디시인사이드 갤러리

HIT 갤러리

갤러리 이슈박스, 최근방문 갤러리

갤러리 본문 영역

태풍 기념 쿠로카와 온천으로 달린다 [완][스압]

핵땡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27 10:30:30
조회 40137 추천 136 댓글 153



- 태풍 기념 쿠로카와 온천으로 달린다 - 1


휴가 다녀오니 귀신 같이 태풍이 오네 이것도 다 하늘의 뜻이라고 생각한다.

그간 내가 얼마나 고생을 했으면 조물주께서 내 휴가까지만 딱 기다렸다가 태풍을 이 땅에 날리셨겠능가.


쿠로카와 온천이 뭐냐면, 구마모토현 아소군 미나미오구니에 있는 작은 온천마을이다.

이곳은 유후인, 벳푸와는 달리 접근성이 떨어지고 대형숙박시설인 리조트 호텔 등이 아예 없는 100% 료칸마을이다 보니

한국인 중국인과의 조우확률이 급속하게 떨어지는 아주 훌륭한 곳이다.


특히, 이 동네 숙박시설의 성격상 패키지 떨거지들의 접근이 어렵기 때문에 아주 청정한 지역이며

그러다보니 사방팔방 자빠져서 술쳐먹고 와보니 별 거 없네 밥이 이게 뭐네 아주 지랄을 해 싸는

시골깡촌 아지매 아재들의 오바 섞인 사투리 소리와 깽판질을 안 봐도 되서 너무 좋당 ^^

얼마전에 뭔 예능프로 나왔었다던데 방송국은 일말의 양심이 있다면 앞으론 그런짓 안 하길 바란다.


이 지역에 갈려면 구마모토 공항으로 가는 걸 추천한다.

예전엔 후쿠오카로 가서 피를 토하며 장거리 버스 안에서 극기훈련을 해야 했으나

이제는 규슈횡단버스 한 방이면 구마모토 공항 또는 구마모토 시내에서 그냥 도착이 가능해졌다.

항공료도 싸기 때문에 그지 같은 후쿠오카 이제 더 이상 그만 가고 이런 곳으로 가는 것도 나쁘지 않을거라 생각한다.

오이타에도 공항이 생겼기 때문에 이제 유후인-벳푸도 오이타 공항에서 가는 게 더 나으므로 후쿠오카 이런데는 이제 더 이상 가지 말자.


내 여행 코스는 첫날 구마모토 공항->아소역->우치노마키 온천마을->소잔쿄 1박

둘째날 소잔쿄->아소산 다이칸보->쿠로카와 온천

셋째날 쿠로카와 온천

넷째날 쿠로카와 온천->구마모토 시내

닷새날 시내->공항 끝이다.


여행코스가 저렇게 돼 버린건 첫날 비행기가 15:00시쯤 떨어지기 때문인데, 복잡한 얘기는 생략하고..

직접 여행코스를 짜다 보면 아 저놈이 이래서 첫날 저기서 잤구나 하고 이해하게 될 것이다.





아소역은 완전 깡촌인데 여기서 할 일은 버스 갈아타는 거 외엔 거의 없었다. 그러나 둘러보면 동네 지형이 좀 희안하다는걸 알게 되는데

이동네가 칼데라 지형이다 보니 평평한 산으로 사방이 둘러싸여 있어서 한국에선 볼 수 없는 광경을 경험할 수 있다.

완만한 산들이 연이어 이어져 있고 고지대는 나무가 아니라 초원처럼 되어 있어서 민둥산에 초록색 칠을 해 놓은 거 같은데

동네 사람한테 물어보니 매년 봄마다 산을 홀라당 다 태우고 자생적으로 풀이 자라나면 그걸 소가 멋대로 돌아댕기며 뜯어먹게 한다더라.

그게 이지역 특산물인 아카우시인데 먹어보면 육질이 너무 훌륭해서 이걸 어떻게 한국에 밀반입 해야 할 것인지를 고민하게 만든다.

그 때문인지 구마모토 공항에 가면 한국말로 크게 써 있다. 한국으로 고기 밀반입 하다가 걸리면 너는 뒈집니다!



이곳이 첫날 묵은 소잔쿄라는 우치노마키 온천 지역의 료칸이다. 구마모토 지진 이후 안 그래도 적었던 인구가 더 줄은 모양이었다.

여기는 일제시대부터 있었고, 그 당시 여류문인이었던 요사노 아키코와 남편 요사노 뎃칸이 묵었던 스기노마라는 방이 아직도 보존되어 있다.







저녁은 식당에서 먹었는데, 더 비싼 플랜을 고르면 방에서 먹는 것도 있고 별실에서 먹는 것도 있다.




저거 뭔 자전거 만화라던데 이 료칸 영업부장 할배가 전국구급 자전거 네임드라서 저 작가가 면담 왔었대.

그때 구마모토에 어느 코스를 만화에 참고하라고 알려줬다던데 그러면서 이 료칸이 저 만화에 극장판인가?

거기에 나왔다네. 그래서 자전거오덕+만화오덕들에게 성지라더라. 저 포스터는 시드니에서 온 양덕이 다녀간 기념으로 붙이고 갔대 -_-




여기는 대욕장이고


자유 이용 가능한 라운지



1층 로비



개인이 혼자 사용 가능한 대절탕



첫날은 이쯤 하고 드러누워 잤다. 다음날은 뒤에 이어서 올린다.




- 태풍 기념 쿠로카와 온천으로 달린다 - 2



소잔쿄에서 아침 일찍 일어나 다른 대절탕을 이용함 전날이 히노키였다면 이날은 통나무탕이었음












이동네 산이 생긴게 이래. 전편에서 언급했던 칼데라 지형이다 보니 이렇다더라.





밥은 이거 말고 더 나왔는데 귀찮아서 안 찍음





라운지에서 커피 한 잔 하고





방에 와서 좀 더 드러누워 있다가







쿠로카와 온천을 향해 출발




- 태풍 기념 쿠로카와 온천으로 달린다 - 3

- 태풍 기념 쿠로카와 온천으로 달린다 - 4

- 태풍 기념 쿠로카와 온천으로 달린다 - 5

- 태풍 기념 쿠로카와 온천으로 달린다 - 6

- 태풍 기념 쿠로카와 온천으로 달린다 - 7

- 태풍 기념 쿠로카와 온천으로 달린다 - 8



출처: 차, 음료 갤러리 [원본보기]

추천 비추천

136

고정닉 37

30

댓글 영역

전체 리플 0
등록순정렬 기준선택

하단 갤러리 리스트 영역

왼쪽 컨텐츠 영역

갤러리 리스트 영역

갤러리 리스트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2013년 1월 1일부터 힛갤에 선정되신 분들께 기념품을 드립니다. [184] 운영자 13/01/11 480157 254
공지 힛갤에 등록된 게시물은 방송에 함께 노출될 수 있습니다. [318/1] 운영자 10/05/18 439682 79
14932 [초스압] 짹짹의 마당나들이 [336] 똘언니(124.216) 11/21 20392 665
14930 [치킨나눔] 엘갤효자대회 당첨자 발표 [258] 애국보수인내최애캐성우가좌빨페미?!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21 22062 327
14928 너의 흔적 [576] 흥갤君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20 45956 874
14927 닌텐도 WiiU 패드로 윈도우 돌아가는 게임기 만들기 [325] 도오박사(121.130) 11/20 38127 839
14926 KDA아칼리,로봇 아무무 만들어 봤어요 (클레이) [362] 보아따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19 30294 305
14925 정권이 (8비트) 내 [505] 종신삼전드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19 23733 696
14924 소나기 - 대검 [290] ㄱㅇㄷ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17 40960 545
14923 만들었던 디지몬들 풀어봅니당(스압) [274] 메주콩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16 35054 323
14922 한량의 시코쿠, 교토 여행 - 1~7 [118] 뱀장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16 30723 120
14921 죽동마을 메타세콰이어길 외 [229] 꽂자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15 21843 220
14920 마법소녀 또띠아 [1132] 고래군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15 93136 2617
14918 본인 1년동안 게임보이로 만든 음악들 자랑 [329/1] :Poin7les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14 47429 446
14917 (※스크롤 길어) 마미손 앨범커버 작업한 거 자랑 [1260] 버블검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14 63158 1335
14916 손에 공구 끼인게 자랑 [832/2] 갱연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13 97474 2307
14915 [단편] 슬쁜꼬마선충 [812] 둘기마요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13 69520 998
14914 극혐주의)149kg->98kg 다이어트몸무게 2자리 된기념 [899] ㅁㄴㅇㄹ(220.76) 11/12 87237 1451
14913 아홉번째 인사 / 세계에서 제일 높은 술집 아트모스피어 [282] 엠대디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12 35546 465
14912 입갤 기념 신판 워해머 옭스 차량도색(스압/데이터) [190] 파워즈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10 33304 412
14911 야옹이 달력사진 1~5(스압) [279] 고기집아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09 32030 450
14910 수지타산 안 맞는 만화.jpg [903] 희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09 90917 1875
14908 내 방 꼬라지 좀 쩌는듯 [1346] Yamatokai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08 82592 634
14907 1인1멍 귀농 1주년. [743] 농장한위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08 57990 1448
14906 저 빼고 다 죽었어요 01 [363] 난는나는잉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07 94805 286
14905 드라마 미스터션샤인 디오라마 영상 외 다수 [121] analogtoy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07 19547 145
14904 더판으로 산 노트북 수리완료 [445] 길잃은비둘기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06 54785 192
14903 멕시카나 신메뉴 김치킨 리뷰 만화.manhwa [650] 죠스몬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06 87969 1248
14901 두 달에 걸친 자수 끝났고 행복했다 (스압주 [384] 꽁치냥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05 66079 717
14900 다락방 셀-프 코스프레 촬영 작전 [1438] BUG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03 123627 1688
14898 월간주갤 Monthly Alcohol gallery 가 출간되었습니다. [316] Mozzarella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02 44010 245
14897 실화기반 영화 '양심 (conscience) ' 떴다.jpg [516/2] 재니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01 73578 1474
14896 [물갤수레콘 - 네이처 레이아웃]- 나무뿌리 그 아래 [133] 알버트로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01 21158 244
14895 2018 사천 에어쇼 후기 -끝- (4부작) [153] Mercy_cA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31 27040 117
14894 (스압) 까치 형제들 성장기 - 1 [226] poensi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31 57309 295
14893 디엔쟝과 둥둥이씨의 전국투어 링크모듬 [302] DN-01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30 20544 96
14892 안녕. 종이로 만든 벨로키랍토르다. [349] 지옥에서온페이퍼아티스트(175.125) 10/30 41378 774
14891 위스키 파라필름실험 30개월 (마지막, 시음) [226] 소녀경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29 33236 496
14890 인도랩터 만들어 왔다! [415] 초록괴물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29 32818 593
14889 누추하고 소소한 컬렉션이지만 추억되살리기로 올려봄 [282] aka_cona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27 48925 277
14888 2017 겨울 일본 [446] jofdhx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26 55027 535
14887 럽사캐 동부팀 럽지순례 – 1: 오타와편 ~ 5: 몬트리올편 [완][스압] [159] 유불리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26 19300 73
14886 행복한 왕자 [540] 하이젠버그.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25 73778 1128
14885 나도 타자기 인ㅡ증 [256] ㅇㅇ(110.14) 10/25 60085 621
14884 구더기 케찹 사건 분석해봤다 jpg [1072] 왕잠자리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24 114267 3087
14883 [스크롤주의] 내가 보유중인 인텔 정품 486 컴갤에 처음 소개함 [265] Airi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24 48621 374
14882 다음 지적생명체 [836] 두그늘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23 96972 1302
14881 내가 가진 레어템! 돈주고 사지도 몬하는 것들!! (사진 유) [266] ㅁㄴㅇ(110.70) 10/23 59505 377
14879 로댕이 종이모형 만들었다(초스압) [596] Ung2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22 40891 647
14878 초초초초초 압축한 북극 스발바르 제도 5박 6일 여행기 [195] 사나없이sanamana(220.119) 10/22 33646 374
갤러리 내부 검색
전체게시물 정렬 옵션

오른쪽 컨텐츠 영역

개념글 []

/

    이슈줌NEW

    1/6

    뉴스NEW

    1/3

    힛(HIT)NEW

    그때 그 힛

    1/3

    초개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