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시인사이드 갤러리

HIT 갤러리

갤러리 이슈박스, 최근방문 갤러리

갤러리 본문 영역

갓쓰고 유럽 다녀온게 자랑

briske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017.02.28 16:41:41
조회 117107 추천 2,503 댓글 1,149

갓쓰고 유럽 다녀온게 자랑!


원래는 유럽은 무슨 어디도 갈 생각이 없었는데 항공권을 보다가


작년 12월달에 66만 2천원에 비행기 표가 나와서 그냥 아무런 생각없이 질렀어


그래서 1월 25일 ~ 2월 16일 여행을 가게 되었고


생애 첫 유럽과 동시에 해외 혼자 나가는 것은 처음이라 조금 떨렸다


한국은 이곳저곳 싸돌아댕겨보기는 했는데 아무래도 외국은 조금 무서우니까


그래서 가기전에는 약간 무서운 생각들 많이 했는데 가보니까 사람 사는 곳이더라고


각설하고, 이번 여행은 갓쓰고 유럽여행을 다녀보자! 라고 생각하게 되었어


뭐 아름답고 멋진 대한민국을 소개해보자! 라기 보다는 그냥 갓쓰고 다녀보면 어떨지?


그런 생각 들어서 쓰고 다니게 되었어


처음 갓 구입은 여행 가기 일주일 전에 인사동 가서 딜해가지고 2만원에 구입!


한복도 샀는데 한복은 인터넷에 예쁜거 파는 곳 많더라고 



갓쓰고 유럽여행의 서막, 시작은 광화문에서!


그렇게 항공권 사고 이것 저것 준비하다보니까 시간이 되게 금방가더라?


근데 사실 유럽 가서 어떤 것을 봐야하고 뭘 먹어야하고 그런건 준비 하나도 안하고 갔어


내일의 나한테 하루하루 미루다가 출국 전날이 되버려서 진짜 중요한 운송수단들만 예약했고 (비행기, 기차, 버스)


나머지는 그냥 어떻게든 되겠지 싶어서 안하고 나갔어.


유레일패스인가? 그 뭐시기는 어떻게 하는지 몰라서 그냥 안함 




ㅇㅇ 22박 23일 그냥 큰 그림으로 독일, 영국, 프랑스, 스페인, 포르투갈 이렇게 잡았다.


출국 전 큰 계획은 독일에서는 소세지 먹기 런던에서는 뻥스널 직관 파리에서는 무계획 바르셀로나도 무계획 


세비야는 지인이 좋다고 해서 넣었고 포르투갈도 무계획


계획 있던 건 런던에서 직관밖에 없었고 할튼 여행 거의 무계획이었던 건 안 자랑


+ 그리고 여행 가기전에 명함이랑 선물로 줄 부채같은거 10개 동대문에서 하나에 5,000원씩 주고 삼


음 어쨌든 1월 25일 되니까 인천공항에 가게 되었어 배낭 하나들고서


근데 그때는 갓여행 초기라 약간 조금 민망하고 그랬어, 갓은 또 접히거나 가방안에 넣어지지도 않아서 여행 시작부터 끝까지 계속 매고 다녔다. 


비행기 10시간정도 타고 독일 프랑크푸르트 도착 하고 그날 그냥 잠만잠


그리고 담날 쾰른 갔다가 마인츠찍고 하이델베르크 감




쾰른 성당 앞에서




하이델베르크에서 젤 맘에드는 사진


ㅇㅇ 그렇게 프랑크푸르트 관광은 하나도 안하고 야간 열차타고 베를린으로 넘어갔다.


베를린가서는 뭔 걷기 베를린투어 있어서 신청해서 같이 따라댕기는데 알아듣지도 못하면서


알아듣는 척하면서 투어 다닌건 안자랑 근데 거기서 아일랜드 사람이랑 친구 된 건 자랑






야밤에 브란덴브루크 문 다녀온게 자랑


여기 때문에 다음날 늦잠자서 비행기 100유로 주고 다시 산건 안자랑...

그리고 영국 른든에 넘어갔어


런던이 생각했던것 보다 되게 좋더라




얼굴 지점토 닮은 건 안자랑



어쩌다보니까 범키를 좋아하는 횽이랑 친해져서 찍음, 바로 인스타 맞팔함, 내셔널갤러리 앞에서





윾쾌하신 누님이 사진 요청 하셔서 같이 찍은게 자랑




빅벤 앞에서 비가와서 그랬는지 몰라도 사람이 3명인가 있어서 지나가는 영국 신사에게 겨우 부탁해서 찍은 사진인게 자랑





프리미어리그 직관한게 자랑 아스날 팬 아닌건 안자랑


원래 축구 잘안보는데 한번쯤은 봐야겠다 싶어서 일일 아스날팬 빙의해서 응원 완전 열심히 했는데 2:1 로 짐


영국 아재들이 욕을 그렇게 맛깔나게 잘하는지 처음 알게됨 


른든 끝내고 프랑스 파리로 넘어갔는데 파리는 진짜 이것 저것 많이 해서 기억에 많이 남네


야밤에 러시아 누나랑 루브르 박물관 데이트, 디즈니랜드, 몽솅통통미셸, 벨기에 여대생들이랑 샹젤리제 거리 소풍


내가 딱 1년전만해도 영어 완전 못했는데 인터넷 전화영어하는게 있더라고 그거 6개월동안 하루도 빠지지 않고 해서 


영어회화가 조금 늘었어. 그래가지고 유럽가서 친구들 만드는데 완전 도움 많이 된게 자랑, 근데 native English는 알아듣는 척만 했던건 안자랑




에펠탑에서 흑동생들이랑 친해져서 3시간 정도 같이 쏘다닌게 자랑, 둘다 불어밖에 못해서 힘들었던건 안자랑




진짜 미드나잇 인 파리 찍고 돌아댕긴게 자랑 러시아 누나 남친있던건 안자랑


이 날또 루브르 야간개장 하는날이라서 밤늦게까지 열었는데 사람이 진짜 6명인가 있어서 너무 좋았던것도 자랑






베르사유궁전 두번째로 마음에 드는 사진


그리고 디즈니랜드를 갔었는데 진짜 디즈니 랜드 최고였음




가서 겨울왕국 뮤지컬 봤는데 프랑스 꼬맹이들이랑 같이 떼창 한게 자랑


마지막에 엘사 성님 Let it go 에서는 눈물 흘림



샹젤리제 스타벅스에서 벨기에 친구들과 함께


같이 airbnb 숙소 묵었는데 어쩌다가 친구 되어가지고 왠 죙일 샹젤리제 거리 탐방 같이 다닌게 자랑


그날 19.7km 걸은건 안자랑 




몽솅통통미셸앞에서 만난 윾쾌한 아저씨...



몽셸통통미셸 앞에서 투어에서 친해진 동생이랑 


뭔이렇게 사진이 많은지 근데 이게 조금 추리고 추린 사진들인건 안자랑


그렇게 파리에서 낭만과 열정의 여행을 마치고 스페인 바르셀로나를 야간버스타고 15시간정도 갔는데


힘들어 죽을뻔 한건 안자랑 그냥 그정도 거리되면 비행기나 기차가 날 것 같음




가우디 당신은 대체.. 사그라다 파말리아 성당


안에 들어가니까 진짜 겉보다는 속이 더 좋았다




바르셀로네타 해변에서 바다가 너무 예뻤던게 자랑, 저 연인들이 내가 아니란건 안자랑


사진 20장 되어서 스페인까지...


포르투갈 사진은 착한 사람들에게 만 보여요


22박 23일간의 여행 정리 해보면 진짜 수많은 사람들 만났고 친구들도 많이 사귄게 자랑


독일, 아르헨티나, 벨기에, 브라질, 인도, 중국, 네덜란드, 모로코 등


다양한 사람들 많이 만났고


갓을 쓰고 다니는게 처음에는 조금 힘들긴 했지만 점점 해보면서 정말 뿌듯했던게 자랑


막 다니면서 두유 노우 코리아? 두유노우 유식대장? 두유노우 김치? 이런건 안 했음


근데 내가 갓쓰고 댕길때 외국인들이 진짜 I like your hat 같은 말 50 번 정도는 들었고


같이 사진찍자고 하는 분들도 많았고 덕분에 친구들도 많이 사귄듯


다음에도 기회되면 또 갓쓰고 시리즈 달린다


**돈은 그렇게 많이 없어서 각 나라 유명한 음식 같은거 꿈도 못꾸고 슈퍼마켓 가서 빵조가리 뜯어먹은건 안자랑





출처: 자랑거리 갤러리 [원본보기]

추천 비추천

2,503

고정닉 735

214

댓글 영역

전체 리플 0
등록순정렬 기준선택

하단 갤러리 리스트 영역

왼쪽 컨텐츠 영역

갤러리 리스트 영역

갤러리 리스트
번호 제목 글쓴이 작성일 조회 추천
설문 서로를 위해 잘 탈퇴한 것 같은 스타는? 운영자 19.05.21 - -
공지 2013년 1월 1일부터 힛갤에 선정되신 분들께 기념품을 드립니다. [200] 운영자 13.01.11 492721 286
공지 힛갤에 등록된 게시물은 방송에 함께 노출될 수 있습니다. [327/1] 운영자 10.05.18 445711 93
15220 6년간 몸 변천사 꼭 봐주라 [1082] ㅇㅇ(39.7) 17:15 30538 739
15219 실시간 머구바갤 범죄현장... [478] Ral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03 30559 770
15218 하얀색곰과 검은색곰의 싸움 [788] 마셀린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5.21 42237 722
15217 바젤기우스+디오라마 만들어 봤어 형들 [142] 취미맨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5.21 12871 131
15216 10년간 노오력으로 한국인 최초 독일 반도네온 제작가 자격증 딴게 자랑 [1750] 존윌리엄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5.20 61088 1534
15215 [데이터 주의] 펌프 발판 만들었다 + 과정 및 후기 [208] Biancashew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5.20 26408 235
15214 디동여지도 야경 추천출사지 -서울편 [265] 커여운여고생눈눈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5.18 29038 574
15213 약스압) 아이언맨 피카츄 클레이 만들었는데 올려봅니당 외 [324] Tapclay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5.17 37239 345
15212 사업 말아먹고 학원차려서 빚 갚아 나가는 게 자랑 (스압) [632] 이과두주(121.128) 05.17 91294 1297
15211 슦과귀브쟝의 전국일주 -0~21편- [119] 곤충남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5.16 23070 87
15209 초콜라타 실내화 만듦. [443] 수염쇼타(211.59) 05.16 33513 269
15208 C언어로 리듬게임 만든다던 중붕이 과제 완료 했다.......SOURCE [966]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5.15 63264 526
15207 (군대만화) KCTC에서 군생활 13편 -중계소 습격사건 (1) - [181] 전문대항군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5.15 54000 168
15206 오늘 주웠던 그 댕댕이 살아났습니다 [885] DoingGoodToAll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5.14 69747 1859
15205 퍙붕이 간첩신고했는데 경찰와서 잡아감 [1083] 펫티쉬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5.14 86996 1103
15204 방금 일어난 달밤의 폭주 빌런들 정리글 [597] 화이팅!!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5.13 59096 781
15203 볼트로 작은 사냥용 칼만들기 [289] 대장장이코호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5.13 46902 366
15202 단순 기록에 가까운 남행사진 올려봅니다.... (파리) [191] ㅇㅇ(14.161) 05.11 33879 294
15201 리오레우스 피규어 만들었다 형들 [230] 취미맨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5.10 35967 248
15200 별 일주운동 (별궤적) 빌런[스압] [369] elnath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5.10 31933 761
15199 [스압]데드풀+피카츄 1/4 Scale 피규어 제작기 by 휴래곤 [335] Hyurago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5.09 36034 685
15198 (스압,데이터) 히나비타X코코나츠 SSM라이브, 머리식히고 쓰는 감상문 [389] COCONA.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5.09 16295 127
15197 진급에 미친 남자 [560] 성성쟝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5.08 118015 1745
15196 원더우먼을 그렸습니다. (디지털페인팅) [543] 박로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5.08 48176 778
15195 공룡아바타끼고 스쿼드로 민속촌 다녀온 후기 [445] 꼬마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5.07 76951 1143
15194 ??? : 누구든 날 아는사람 좀 도와줘.. [378] 햇님1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5.07 70346 689
15193 악몽꿔서 일어나서 파병다녀온썰 풀어줌 -스왑- [626] leeGuard(114.129) 05.06 65596 1523
15192 아이스크림 막대로 만들어 봤습니다 [499] 흙손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5.04 67912 616
15191 약스압) 시그노로 그린 그림들 몇개 외 [295] ㅇㅇ(182.209) 05.03 40322 490
15190 응원봉 배터리 충전식으로 개조 후기 [681/1] ㅇㅇ(175.223) 05.03 72401 720
15189 후모후모 모아온 이야기 [791] 빅후모후모맨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5.02 35845 371
15188 학생들 와서 오로라 사진 보구가 [582] ㅇㅇ(222.101) 05.02 55781 1151
15187 500만원도 념글보내주나요...?.jpg [784] ㅇㅇ(182.172) 05.01 87287 925
15186 (스압)야마하페스티벌 다녀온 후기-1~3(完) [114] 하얀괴물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30 26282 104
15185 나무젓가락 바스티온 [356] 화물미는할배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30 48117 689
15184 자작 드래곤 조형 완성(+디오라마) [300] 숨겨진속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29 30582 535
15183 나무젓가락으로 검 거치대를 만들어 보았습니다. [220] 대장장이코호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29 38343 318
15182 치아교정하러 가는 만화 [1105] 이삭토스트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27 107558 2378
15181 3주동안 일하다가 집에 온 만화 [483] 뽈쟁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26 135933 1741
15180 (용량주의) 싱글벙글 현실철권 모음.gif [567] 강만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26 86479 1703
15179 초대형만든 진붕이 완성했다 [492] MATOTUNA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25 60261 375
15178 데이터) [그림] 마노 생일 기념 그림 + 비둘기 요리 [1580] 리와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25 54239 594
15177 [교토 벚꽃 여행] 4일차 (完) [252] 고기집아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24 37582 296
15176 현실 여동생 만화!! [834/3] 샄늙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24 111993 1441
15175 (봄날 기념) 벚꽃 죽이기 [390] 죠스몬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23 51894 608
15174 우여곡절 끝에 만든 아메바 페이즐리 페인팅 기타 제작 후기.. [332] 히데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23 26522 341
15173 [짐승친구들] 72화 - 짐벤져스 : 리벤지 게임(上) [198] ryoxiu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22 46280 253
15172 [스압] 컴붕이350KG 아케이드 게임기 11KG으로 줄여보았다. [373] 런쿠스틱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22 45568 610
갤러리 내부 검색
전체게시물 정렬 옵션

오른쪽 컨텐츠 영역

개념글 []

/

    이슈줌NEW

    1/6

    뉴스NEW

    1/3

    힛(HIT)NEW

    그때 그 힛

    1/3

    초개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