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시인사이드 갤러리

HIT 갤러리

갤러리 이슈박스, 최근방문 갤러리

갤러리 본문 영역

38살 아저씨의 3년간 헬스이야기

왈칵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018-07-06 10:20:02
조회 128227 추천 1,435 댓글 761




- 38살 아저씨의 3년간 헬스이야기

더운날 운동하시는 아재충,여름충,급식충,헬린이 헬창인생님들아 

노고가 많으십니다.

특히 애키우랴 돈벌랴 운동하랴 좆뺑이 치시는 유부충들 존경합니다 ㅠㅠ(힘들냅시다...)


본인은 예비틀니딱딱 38세 씹아재이며

운동을 1도 안하고 술만 작작쳐먹는 예비간경화 아재님들에게 동기부여가 될까

제 헬스이야기를 적어볼까 합니다.섹스!

반말도 편하지만 전 버르장머리가 없으니 존댓말로 적겠슴다.

그리고 보기 편하라고 가운데 줄맞춤으로 적었슴다.

(좆같은 제 얼굴과 비루한 몸뚱아리 사진이 많습니다. 거부감이 드니 조심하세요.)

전 30살때부터 주5~6회 술을 마셔왔고 다이어트중인 현재도 주2~3회 술을 마십니다.

그만큼 몸변화가 많이 느린편입니다.


2014년

먼저 34살때입니다.90%이상의 아재들이 그러하듯 저도 와이프와 연애하며 살이쪘지요.

181/73~74키로를 유지중에 와이프를 만나 생에 최초로 87키로 까지 찌웠습니다.


이때가 신혼여행때인데요 

턱은 이미 사라진지 오랩니다.

운동을1도 안해서 팔다리는 얇고 배는 쳐나온 메탈슬러그형 돼지였지만

난 힘쌘 돼지야 쿰척~ 이라며 자위도 많이 했습니다.


그러던중에 친구놈에게 돼지새끼야 살좀빼 란 말에 충격을 먹고

다이어트를 시작했습니다.




하루에 10km를 걷다 뛰다를 반복하고

자전거를 탔습니다.

한 3~4달정도를 하여 11키로 정도를 감량했습니다.




요때가 한 74~75키로 정도였습니다.

볼살이 빠지니 겉만 멀쩡했지

벗겨놓으면 호에에에엥~



요런 몸뚱아리 였습니다.

지금도 좆같지만 이땐 정말 개새끼였네요.


그러다 옥션인가 지마켓인가에서 파는 문틀에 끼우는

철봉을 사서 철봉을 시작했습니다.

제방문에 껴놓고 이방을 들락날락 거릴때마다 하자 라고 마음먹고 실천했지요.

풀업은 상상도 못했으며 친업도 하나도 못하다가 어느새 7~8개 까지는 되더라구요.



꼴에 운동한답시고 만원짜리 마데인차이나 장갑도 꼈었지요.

븅신이 눈빛은 킬러네요.


마! 이게 바로 운동하는 사람에 알통이다 알긌나!


참 븅신같은 몸뚱아리 인데요...

이때 개구리마냥 팔짝대니 그나마 등이 쪼~끔 커졌다고

친구놈들이 야~ 너 운동하냐~ 몸좋아졌다 라며

찐따새끼 친구아니랄까봐 서로 대딸을 쳐줍니다.


그리고 제가 헬스를 시작하게 된 계기가 생깁니다.

아이가 태어나면서 살던 지역이 아닌 다른 동네로 이사를 가게 된것이죠.

회사-집-술-회사-집-술의 무한굴레 속에서

좆도 만날 친구도 없고 헬스나 다녀볼까? 라고 생각한걸 실천합니다.


2015년~2016년

2015년 11월정도에 헬스장을 등록합니다.

이때 나이 35살 준예비틀딱 나이로 접어들었습니다.



나름 운동한다고 쳐먹을꺼 다 쳐먹고

벤치좀 깔짝 덤벨컬좀 깔짝 대니 

소형에서 준준형이 된 몸뚱아리로 자신감이 붙었습니다.

가끔 친구놈들을 만날때마다

야 내갑바좀 만져봐. 내 알통좀 눌러봐 라며 븅신짓이 하늘을 찌르던 시기입니다.


그리고 몸좋은 트레이너나 헬창들이 입는 언더레이어를 입는 추한짓도 범합니다.

이땐 잠시 미쳤었다랄까...후후...


헬스보이 이승윤씨가 얼마나 대단한 사람인지도 모르고

난 저사람과 달라 난 키도크고 골격이 좋은걸?

이란 미친생각도 할때죠.

그래서 셀카도 많을 때입니다. 저 병신등을 포함해서 말이지요.


그렇게 2016년은 지나갑니다.

이땐 헬스장도 주2~3회 나갈때입니다. 

사진은 많으나 제가봐도 인상이 찌푸려져서...여튼 2017년도로 넘어갑시다.


2017년 37살때입니다.

이때 소위 빌더나 한다는 컷팅과 벌크업이란걸 해보게 됩니다.

물론 제가한건 다이어트와 살크업이지만 그렇다고 칩시다.

님들도 그렇잖아요!



2017년 초에 친구놈이 트레이너로 있는

센터로 가서 같이 운동함.

말이 같이 운동이지 자세도 교정받고 아주 유익했슴다.

맨날 유튜브로만 보고 혼자 운동하다 보니 새롭더라구요.

현재 친구놈은 빌더로 전향했습니다.


그러다가 컷팅이란걸 해보고 싶었습니다.

뭐 좆도 없는 몸이지만 빼면 어떨까 란 생각이 들어서였죠.


예전과 똑같이 주3~4회 술은 마시되

운동시 유산소를 넣고 술쳐먹는 주제에 웃기지만 식단을 겸행했죠.



많이는 아니고 요정도 까지만 빼는데도

정신이 피폐해졌습니다.

유산소도 하기 싫었고 닭가슴살도 먹기 싫었거든요.

여튼 4주정도 걸렸습니다.

이때 몸무게가 84키로 정도에 체지방이 12~13% 이였습니다.




- 38살 아저씨의 3년간 헬스이야기 2탄


사진이 용량제한에 걸렸습니다.

유식이형 개선좀 해주세요.


2017년 후반 살크업부터 시작하겠습니다.










회사에 출근해 아침엔 버거킹에서 햄버거세트와 디저트를 먹고

점심은 밥을 한공기반 저녁은 소주와 맥주 안주들로 채웠슴다.

운동량은 웨이트로만 1시간30분~2시간 유산소x 

이렇게 2017년 가을부터 2018년 4월까지 지내다 보니

어느새 몸무게가 91kg에 체지방은 22%로 뿔었습니다.

아주 개같은새끼에요 전...씨발.


2018년 38살 때입니다.




요게 3월에 다이어트 시작할때 찍은 사진입니다.

저녁엔 치맥 새벽엔 출출해서 라면을 먹다보니

안그래도 나온배가 더 쳐나왔습니다.


그리고 다이어트를 시작하고

웨이트는1시간 정도 유산소40분 복근20분 이렇게 운동한지

세달정도 되었습니다.






요게 현재입니다.

체중은 85~86정도이며 체지방은 11~12% 왔다리 갔다리 합니다.

요즘에도 주2~3회 술을 먹다보니 빠지는 속도가 더딥니다.

알콜중독인지 술은 안쳐먹을수가 없더라구요.

그래도 주정은 부리지 않습니다.(착한아빠임)

올해 목표인 복근좀 나오게 해서 

사진좀 많이 찍어놓고 다이어트는 접을까 합니다.


그리고 가을부터 100kg까지 찌웠다가 내년 봄부터 다시 다이어트를

시작할까 계획중입니다.

근데 지금도 이렇게 힘든데 100kg에서 빼려면 하아...씨발...



오늘 출근전 실내자전거를 40분타고 복근운동을 20분정도 하는데 

따님께서 본인도 하고 싶다고 하여 찍어줬습니다. 운동에 소질이 보이기도 합니다.


여튼...

예전 이봉원씨가 예능에 나와서 한말이

"난 술을 먹기 위해 운동한다" 라는 말이 있는데 저도 그말에 공감합니다.

기초대사량이 늘고 폐활량이 늘으니 술을 어느정도 먹어도 잘 안취해요.

담날 숙취도 덜하구요.


어떻게 보면 술을 마시기 위해 혹은 심심해서 시작한 헬스가

틀니딱딱아재를 헬창남으로 만들었습니다.


운동은 좆습니다! 동생형님들 건강해 지려면 운동합시다.


-섹스-




출처: 헬스 갤러리 [원본보기]

추천 비추천

1,435

고정닉 356

81

댓글 영역

전체 리플 0
등록순정렬 기준선택

하단 갤러리 리스트 영역

왼쪽 컨텐츠 영역

갤러리 리스트 영역

갤러리 리스트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2013년 1월 1일부터 힛갤에 선정되신 분들께 기념품을 드립니다. [194] 운영자 13/01/11 487214 272
공지 힛갤에 등록된 게시물은 방송에 함께 노출될 수 있습니다. [325/1] 운영자 10/05/18 442803 88
15081 요도끊긴 고양이 통장털어 살린 후기 [1099] ㅇㅇ(14.44) 02/23 40787 1322
15080 폭신폭신 가벼운 당근케이크 + 크림치즈 프로스팅 [235] 호야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22 27407 312
15079 휴지심으로 만든 동물(흙손 주의) [305] TicTocTang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22 28624 414
15078 이벤트) 잔치국수 [365] 푸른혓바닥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21 45476 673
15077 오니짱.. 정월대보름 파티갓다왔어양 [스압] [260] 그치만..이렇게라도하지않으면오니짱..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21 29355 346
15076 [일챔직관 프붕이] 직관 후기랑 이런저런 이야기 [163] 로니뎁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20 16046 69
15075 물붕이 호텔 오하라에 취업 성공했습니다!! [1323] 마리집사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20 72001 887
15074 유럽 여행기 - 파리 - 인터라켄 - 빈 - 프라하 [131] ㄷㄴw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19 17681 131
15073 과일 씨앗을 키워서 과일을 따먹는게 가능할까? (사진있음) [502] 전성우(118.40) 02/19 50789 1187
15072 오늘 요리한 헌터밥 (5인분) [352] 음식빌런(118.37) 02/18 53857 468
15071 바다동굴(?) 탐험기 [스압] [295] ☆나연☆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18 29788 452
15070 [약스압] 최근 그린 그림들 입니다 (크로키, 라이프드로잉) 외 [292] 어드벤쳐타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16 35022 479
15069 영국의 밀월 FC라고 들어봤니? 내가 본 밀월 얘기를 좀 해보려고 하는데 [714] 밀월FC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15 42751 1143
15068 스위스 여행-1~7 [스압] [124] AyaseEli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15 26106 138
15067 디저트도 좀 만들줄 알아요 ㅎㅎㅎ.. [372] 근빵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14 54773 681
15066 스압) 자작 ITX컴퓨터 제작기 1편~3편 [292] 라데츠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14 47868 525
15065 음란물 사이트 차단 욕하는 만화 [3305] (61.81) 02/13 129230 3075
15064 필린이 친구들이랑 놀러가서 사진 찍은거 올려봐요 [429] 괼긛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13 46208 720
15063 (스압) 아주리팬 해붕이다. 작품들 그려봤다.jpg [177] ㄹㄹ(1.246) 02/12 22511 340
15062 치앙마이에서 엠티비 타고왔읍니다[스압] [164] 띠면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12 18756 175
15061 장각과 태평도의 저주 [521] 우용곡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11 54472 1406
15060 봄베이 외길인생... FJ코리아 직원에게 선물받았다 [321] 부-야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11 38487 477
15059 [스압] NXT 테이크오버 : 피닉스 직관기 외 다수 [96] 황신(180.229) 02/09 19603 98
15058 [도장파기] (9시간) 카구야 126화 그 장면 [1323] 난로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8 65336 1428
15057 스압) 시베리아 횡단기 #1~#5 [142] 나로드나야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8 43169 224
15056 설날 2019 [592] zl존도적태우짱짱맨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7 118824 4501
15055 속도계 만들어봤어 [317] ㅇㅇ(175.28) 02/07 61561 579
15054 플래시 게임 세대.manhwa [1519] 한글안쳐짐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6 122676 3445
15053 자연선택 시뮬레이터 만들어봤다.. [1080] 떡9(211.208) 02/05 113986 3438
15052 2019 설 특선 영화를 알아보자.manhwa [614] 조만국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4 136679 2620
15051 해군 만화 [1434] 스푼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2 118928 2140
15048 마키 종이공예 [828] 시벌미캉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1 71455 784
15047 모든 정리 끝났다! 놀러오너라 프갤러들아 (사진유) [300] ㅁㄴㅇ(175.223) 02/01 44801 278
15046 차샀다 [725] 존나착함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31 126484 2070
15045 [59.7MB] 아이폰7 배터리 갈아버린 후기 [464] 섭ㅡ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31 75908 1465
15044 버츄얼 [584] 성성쟝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30 92332 2145
15042 드디어 그래픽카드를 새로 사버렸군? ㅋㅋㅋ 기분이 엄청 째져버리는데ㅋㅋ? [1598/1] 키프나(59.5) 01/29 139392 3756
15041 사과씨로 ,사과 나무 만들어봅시당 외 다수 [590] ㅇㅇ(125.182) 01/29 67082 1043
15040 깡붕이 스노보드 이야기 [693] 神通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28 42232 306
15039 혼자 버스타고 아프리카 종단한 썰 [스압][완] [318] 나무늘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28 61760 430
15038 종이랑 에바폼으로 신호엑스 만들어봤어 [583] Gamjya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26 61417 307
15037 [스압] 프리큐어 15주년 라이브 후기. [866] JSJtl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25 51125 278
15036 열다섯번째 인사 / 여러가지 스테이크와 화이트워커 [304] 엠대디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25 55889 606
15035 스압) 퀴즈 목걸이 만들어봤다 [332] zaxio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24 51271 561
15034 한복이랑 갓 쓰고 일본 메이드 카페가고 미슐랭 식당간 사진... [1075] 맹순정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24 100534 725
15033 ??? : 그날 이후 5일동안 난 한마디도 하지 않았다. [438] ㅇㅇ(112.161) 01/23 105208 2851
15032 골댕이들 태어났어요~ [스압] [564] 차붐(223.38) 01/23 71099 854
15031 11일동안 컴퓨터 고침.. [529] ClairOrange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22 103103 1014
갤러리 내부 검색
전체게시물 정렬 옵션

오른쪽 컨텐츠 영역

개념글 []

/

    이슈줌NEW

    1/6

    뉴스NEW

    1/3

    힛(HIT)NEW

    그때 그 힛

    1/3

    초개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