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시인사이드 갤러리

HIT 갤러리

갤러리 이슈박스, 최근방문 갤러리

갤러리 본문 영역

[물갤수레콘 - 네이처 레이아웃]- 나무뿌리 그 아래

알버트로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01 10:23:44
조회 20554 추천 242 댓글 133




첨부된 사진들은 1920*1190의 고해상도 이미지 입니다.
클릭해서 보시면 훨씬 더 자세하고 디테일하게 보실 수 있어요 :)


어항 세팅전 목표 :
1. 비오톱을 지향하나 현실적으로 어려움이 많으니 비오톱스타일의 네이처항으로 가보자.

2. 돌과 유목의 배치를 다이나믹하게 배치하여, 그 사이로 생물들이 여유롭게 즐길 수 있고, 치비, 치어들의 은신처가 되는 포인트를 많이 만들자.

3. 다양한 음성수초 및 활착수초를 베이스로 다양한 수초들이 서식할 수 있는 환경을 만들자.

수조 : 노브랜드 600*350*380 2자 소폭변형 6T 올디아망

바닥재 : 플래티넘 소일 + 네이처팜 샌드 브라이트 노멀

수석 : 트라이톤 황호석 15kg

이탄 : 미니 16g 고압이탄

비료 : 액비 ADA브라이트 K 뉴트럴 매일 3펌핑 + 네오솔루션1 3일 5펌핑
여과기 : 에하임 2213 - 스펀지+섭스프로+여과솜
조명 : 트윈스타 600es


생물 : 달마시안 몰리 1 / 네온 테트라 2 / 오토싱 1 / 노랭이새우 20

수초 :
부세파란드라 sp 메두사

부세파란드라 sp 카욜리푸스

부세파란드라 sp 캐서린

부세파란드라 sp 체리쉬 4

부세파란드라 sp 자이언트벨벳

볼비티스 미니 sp. 베이비리프

크리스마스 모스

피시덴모스

콩나나 / 본사이나나

하이그로필라 피나디피다

헤어글라스벨렘

크립토코리네 팔바

호주 노치도메

딸래미가 나 몰래 넣은 벼이삭 2촉


물생활 경력 : 7개월 / 어항세팅 30일 경과


촬영장비 :

풀프레임 dslr 캐논 6D + Tamron SP 35mm F/1.8 Di VC USD


















나뭇가지에 활착된 희귀종 부세 Bucephalandra sp. Kayu Lapis

대구 A.P.K 수족관에서 힘들게 구한 가장 아끼는 친구.

다 자라도 아기자기한 잎 그대로 머물기에 아주 매력적이고, 케다강 캐서린류의 얇은 잎을가진 구하기 아주 힘든 부세이다.

운이 좋게도 클램프채로 얻을 수 있었는데, 활착하다 허리부러질뻔..
















새순이 올라오기 시작하는 부세 메두사 / Bucephalandra sp. Medusa

처음 수상엽을 받았을땐 왜 메두사야? 라는 생각이 들었는데, 수중엽을 틔워보니 그 이유를 알게되었다.

처음에는 잘 몰랐는데 잎 뒷면이 새빨간 붉은 빛이다.

잎의 앞면은 녹색, 검은색이 뒤섞인 뱀피부 같은 느낌에 속은 뱀의 혓바닥을 닮았다.












무성한 가지를 치며 위로 쑥쑥 자라는 부세 미드나잇 블루 웨이비 / Bucephalandra sp. Midnight Blue wavy

부세를 처음 입문하게 만들어준 매력적인 아이.

어느 환경에서도 적응을 잘했고, 굵고 힘찬 벌브가 매력.

처음에 수중엽 사진을 봤을땐 아주 짙은 남색이었는데, 아직 짙은 녹색에 머물고 있다.

언제 칠흑같은 잎을 볼 수 있을까.







부세의 매력은 아름다운 펄빛 입사귀와 벌브에서 자라는 새순들.

아주 조그맣게 피어나는 새순들을 바라보면 열대어를 브리딩하는 느낌이든다.

매일 아침마다 성장하는 부세를 보는 재미가 있다.







구하기 쉽지 않았던 부세 체리쉬 4 / Bucephalandra sp. cherish4 (좌측)

유독 환경에 약해 잎을 다녹여 먹길 몇차례 맘고생했는데, 이제는 안정적으로 이쁘고 짙은 싹을 틔워준다.

의외로 굉장히 짙고 강한 발색을 보여주는 부세.


나뭇가지에 활착되어 러너하기 시작하는 피나디피다 / Hygrophila pinnatifida (우측)

피나디피다는 이렇게 작은 잎들이 나무에 붙어 러너하기 시작할때가 가장 이쁘고 아름답다. 더 자라면 잎이 야자수가 되버리는 안타까움이 있다.
















여러가지 시련과 고난에서도 잘 버티고 살아남아준 우리 귀염둥이 몰리 / Molly Dalmatian

처음에 아무것도 모르고 물질 입문했을때 산호사 산호석에 테트라와 몰리 새우를 키우겠다고 데리고 왔다.

고생만 잔뜩시키고 대부분 떠나보낼 수 밖에 없었는데, 꿋꿋히 떠나지 않고 살아남아준 아이.

고생을 많이해서 그런지 핀 부분에 이끼낀 초록빛이 나고 몸 전체는 푸른빛이 도는 신기한 놈이다.







유목의 슬러지 담당 오토싱 / Otocinclus

몰리와 살아남은 친구들 중 한 마리다.

오토싱은 혼자있으면 심심해 한다고해서 7마리를 봉달했는데, 올 여름 폭염에 다 용궁보내주고 혼자 살아남았다.

혼자 남았을때 친구들따라 갈거라 예상했는데, 의외로 상식을 깨고 혼자서도 잘 살아남는다.

몰리 싸다구 때리기 전문







절벽위에 핀 들꽃같은 피시덴모스 / Fissidens joponicus

피시덴모스를 처음 보고 구입했을때 꼭 바위위에 활착하고 싶었다.

의외로 항내 가장 빠르게 적응하고 자라는 생물.














개인적으로 이런 울퉁불퉁한 절벽의 돌맹이들 사이로 식물, 나무, 생물이 어우러지는 느낌을 너무 좋아한다.

사실 제일 중요한건 돌인데, 대부분 수족관에서 파는 돌맹이는 벽돌같이 맹숭맹숭한 애들 밖에 없어서 아이템 모으면서 돌 고르는게 제일 힘들었다.

돌 고르는데만 2~3개월 투자하다 포기하던 참에, 우연찮게 알게된 대구 트라이톤님의 도움으로 아주 이쁘고 멋진 황호석을 구할 수 있었다.









아래 유목과 혼연일체가 되어버린 부세 자이언트 벨벳 / Bucepharandra sp . Giant velvet

나의 실수로 벌브의 95%가 녹아버린 부세다.

잎과 벌브의 끝 2mm정도만 남아 버렸고, 너무 안타까운 나머지 반포기하는 심정으로 나무에 그냥 붙여놨는데, 벌브가 벌써 3cm 나되서 분촉해야될 시기가 되었다.












유독 힘들어하는 미니 볼비티스 sp 베이비리프

모든 수초들이 환경에 적응하고 폭풍성장하는데 유독 힘들어하고 잎이 숭해지는 미니 볼비.

강한광량, 강한비료, 강한이탄에 오히려 약하다고 하더니 진짜 그런가보다.

그래도, 새우들이 제일 좋아하는 은신처









2자 어항 한번 해볼거라고 한푼 두푼모아 아이템 하나씩 사들인게 벌써 반년이 다되가네요.

PH가 뭔지도 모르던 물린이가 이렇게 큰 수조를 세팅할 수 있도록 도와주신 많은 여러분 모두 감사드립니다.


adviser by - 대구 트라이톤 / 아쿠아유니버스 / 대구 수초닷컴 / 카페 플랜츠비 / 홈다리 / 디씨 물갤 아피갤




출처: 아피스토그라마 갤러리 [원본보기]

추천 비추천

242

고정닉 113

14

댓글 영역

전체 리플 0
등록순정렬 기준선택

하단 갤러리 리스트 영역

왼쪽 컨텐츠 영역

갤러리 리스트 영역

갤러리 리스트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2013년 1월 1일부터 힛갤에 선정되신 분들께 기념품을 드립니다. [182] 운영자 13/01/11 479819 252
공지 힛갤에 등록된 게시물은 방송에 함께 노출될 수 있습니다. [318/1] 운영자 10/05/18 439557 78
14922 한량의 시코쿠, 교토 여행 - 1~7 [45] 뱀장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16 3898 26
14921 죽동마을 메타세콰이어길 외 [196] 꽂자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15 11142 164
14920 마법소녀 또띠아 [953] 고래군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15 58383 1830
14918 본인 1년동안 게임보이로 만든 음악들 자랑 [284/1] :Poin7les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14 34753 383
14917 (※스크롤 길어) 마미손 앨범커버 작업한 거 자랑 [1159] 버블검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14 50134 1176
14916 손에 공구 끼인게 자랑 [794/2] 갱연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13 82323 2094
14915 [단편] 슬쁜꼬마선충 [779] 둘기마요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13 59957 916
14914 극혐주의)149kg->98kg 다이어트몸무게 2자리 된기념 [876] ㅁㄴㅇㄹ(220.76) 11/12 76581 1360
14913 아홉번째 인사 / 세계에서 제일 높은 술집 아트모스피어 [274] 엠대디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12 31759 450
14912 입갤 기념 신판 워해머 옭스 차량도색(스압/데이터) [187] 파워즈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10 31627 406
14911 야옹이 달력사진 1~5(스압) [275] 고기집아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09 29852 433
14910 수지타산 안 맞는 만화.jpg [896] 희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09 83077 1799
14908 내 방 꼬라지 좀 쩌는듯 [1326] Yamatokai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08 74906 606
14907 1인1멍 귀농 1주년. [738] 농장한위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08 54263 1418
14906 저 빼고 다 죽었어요 01 [358] 난는나는잉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07 89900 281
14905 드라마 미스터션샤인 디오라마 영상 외 다수 [121] analogtoy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07 18271 123
14904 더판으로 산 노트북 수리완료 [449] 길잃은비둘기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06 52159 191
14903 멕시카나 신메뉴 김치킨 리뷰 만화.manhwa [648] 죠스몬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06 83611 1225
14901 두 달에 걸친 자수 끝났고 행복했다 (스압주 [380] 꽁치냥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05 62346 702
14900 다락방 셀-프 코스프레 촬영 작전 [1429] BUG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03 119709 1640
14898 월간주갤 Monthly Alcohol gallery 가 출간되었습니다. [315] Mozzarella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02 42937 245
14897 실화기반 영화 '양심 (conscience) ' 떴다.jpg [517/2] 재니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01 71239 1458
[물갤수레콘 - 네이처 레이아웃]- 나무뿌리 그 아래 [133] 알버트로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01 20554 242
14895 2018 사천 에어쇼 후기 -끝- (4부작) [154] Mercy_cA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31 26105 117
14894 (스압) 까치 형제들 성장기 - 1 [227] poensi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31 55858 293
14893 디엔쟝과 둥둥이씨의 전국투어 링크모듬 [301] DN-01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30 19862 96
14892 안녕. 종이로 만든 벨로키랍토르다. [346] 지옥에서온페이퍼아티스트(175.125) 10/30 39682 768
14891 위스키 파라필름실험 30개월 (마지막, 시음) [225] 소녀경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29 32282 492
14890 인도랩터 만들어 왔다! [415] 초록괴물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29 31321 585
14889 누추하고 소소한 컬렉션이지만 추억되살리기로 올려봄 [283] aka_cona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27 47983 276
14888 2017 겨울 일본 [445] jofdhx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26 53089 530
14887 럽사캐 동부팀 럽지순례 – 1: 오타와편 ~ 5: 몬트리올편 [완][스압] [161] 유불리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26 18765 72
14886 행복한 왕자 [543] 하이젠버그.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25 72348 1120
14885 나도 타자기 인ㅡ증 [255] ㅇㅇ(110.14) 10/25 58080 616
14884 구더기 케찹 사건 분석해봤다 jpg [1073] 왕잠자리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24 111701 3070
14883 [스크롤주의] 내가 보유중인 인텔 정품 486 컴갤에 처음 소개함 [264] Airi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24 47536 373
14882 다음 지적생명체 [831] 두그늘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23 94635 1292
14881 내가 가진 레어템! 돈주고 사지도 몬하는 것들!! (사진 유) [265] ㅁㄴㅇ(110.70) 10/23 57755 374
14879 로댕이 종이모형 만들었다(초스압) [600] Ung2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22 40019 644
14878 초초초초초 압축한 북극 스발바르 제도 5박 6일 여행기 [196] 사나없이sanamana(220.119) 10/22 32845 374
14876 1200장 찍어 직접만든 스톱모션.mp4 [302] 햄스터김사장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20 58907 410
14875 정신병자와 경찰 만나는 만화 [1321] 재채기드워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9 110556 3473
14874 길냥이 구조-2 [혐주의] [902/1] 개초보집사(220.123) 10/19 82146 839
14873 역대 NXT챔피언들 그림 완성해왔다 [219/1] Mr해골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8 31791 244
14872 집에 불나본사람 [590/1] 딸갑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8 96518 980
14871 2018 풍기바리 1~4부 [173] ROW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7 26693 74
14870 [자작] 손오공이 추는 'Dance The Night Away' [426] Shadow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7 36442 279
14869 ㄱㅇㄹ단편선 - 포롱구룹의 어느 농장에는 쥐가 산다. [574] ㄱㅇㄹ(125.181) 10/16 34436 745
갤러리 내부 검색
전체게시물 정렬 옵션

오른쪽 컨텐츠 영역

개념글 []

/

    이슈줌NEW

    1/6

    뉴스NEW

    1/3

    힛(HIT)NEW

    그때 그 힛

    1/3

    초개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