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시인사이드 갤러리

HIT 갤러리

갤러리 이슈박스, 최근방문 갤러리

갤러리 본문 영역

군돗개1~6앱에서 작성

잇셔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019.06.24 16:35:02
조회 77514 추천 1,478 댓글 534



장교로 군생활 할때 부대에 어느순간 들어와 살기 시작한넘




성탄절날,



새끼때, 아침점호마다 나와서 청설모 쫒고 군인들 장갑물고 도망다님



군돗개2

겨울에 추우면 아무 행정반이나 들어가서 잠

야식먹고남은 족발 뼈다귀
잘보면 눈에 다래끼같은거...? 피부병 나서 마음아팟음
읍내 가축병원에서 받은 연고 발라줬는데 잘 안낫더라

ㅍㅍㅅㅅ
멍구가 암컷이고 푸들이 수컷임

중강아지 시절부터 영특한 강쥐였음



가끔 내가 데리고 놀려고 목욕시켰는데
따듯한 간부연구실에서 털말리게했음

저 파란걸레가 애착템

군용 야구가방 위에 올라가서 자고있더라
만족스러운듯

다래끼? 남 이 주위부터 털빠지던데 뭐냐
이거땜에 못생겨짐

나 당직설때는 행정반에서 자게함 밖에 추우니까

중대장님 방에 들어가면 안되는데....

크리스마스때, 여군후배가 수제로만든 리본달았음

훈련 나갈때도 열외없이 따라다님


일단 본인은 전역했고, 멍구도 전역(?)했기때문에
지금은 부대에 둘다 없는상태임
보안문제없는 사진들만 올린다



군돗개4 탈영
군돗개5
군돗개6 전역

뜀뛰는 군인들 따라서 들어왔는지
아무도 모르게 부대 들어와서 눌러앉은놈

군인 오빠들 이쁨받고 점점커감
면회온 군인 부모님이 얘 부대에서 기르는 개냐고
사료 40kg 기증하고가심

아무도 맡아서 키우는 사람은 없지만
이사람 저사람 사랑받아가며
무럭무럭 자람


트레이드 마크 자세

군인들 힘든훈련 끝나고 돌아와보면
이러고 생활관, 행정반에 누워있는데
너무 넉살좋게 누워있어서 화도 안나고...

아침점호때마다 따라나와서 청설모 쫒고 점호 방해해도
멍구 팬클럽이 너무 막강히 있어서
그닥 멍구를 탐탁지 않아하는 대대장도
사고안치고 조용하니까 냅두자 이런 분위기였다

염증, 피부병.... 어휴...

탈영후 개못난이가 되어서 돌아온 멍구
지 꼬라지 생각은 안하고 좋다고 꼬리만 흔든다

멍구도 이젠 이쁘기만한 강아지가 아니고 덩치도 커졌다
못된 사람이 괴롭힐수도.. 누군가를 물수도 잇는 위험이 항상 존재했고
아무도 제대로 피부병 치료를 안해주고.. 질병의 위험도 있다
군대라는 곳 특성상 멍구 팬클럽도 전역하면 부대를 떠나고 없어지는데
언제까지고 부대에서 이쁘다 해줄것같진 않아보였다

대대장도 멍구를 그다지 좋아하지 않는 눈치였고
결국 이놈을 누군가 책임져야하는데

나는 전역을 앞두고 멍구를 내가 데려갈까 생각을 해봤다
본가에 마당도 없었고 좁은집, 가족들이 바빠 잘 챙겨줄수도 없었음
안타깝지만 큰 개를 책임질수있는 상황이 아니었다

또 내좋다고 서울로 주택으로 멍구를 데려가는것보다
이곳에서 좋아하는 군인들과 산과들을 자유롭게 뛰노는게
사고의 위험은 있지만 멍구에게 더 행복한 길이 아닐까 생각이 들었다

그러던 어느날 멍구를 유기견 보호소로 데려가라는 대대장의 명령이 떨어진다. 위생상 불결하다고 생각한것 같았다


퇴근하는 길 따라 배웅해주는 멍구

꿩을 발견함


유기견보호소
피부병있는 멍구가 그곳에 가면 어떤꼴을 당할지
눈에 훤했다, 분양도 이쁘고 건강한 친구들이 잘 간다
그리고 큰 병이 있는 개들은 안락사를 당하는걸 알고있다
한번도 동물병원에 가본적 없는 멍구는
사상충에 감염됐을수도 있다

점점 멍구를 집에 데려가고싶은 마음이 커졌다
그러는 와중 한 맘씨좋은 중대장님이 멍구를 데려갔다는걸 알게되었다. 퇴근을 밤12시 넘어야 시켜주던
내 전 중대장님이었다.

멍구는 강원도에있는 중대장의 아버지 집에서 지내고있다고한다
그렇게 멍구는 내 전역을 한달앞두고 나보다 먼저 전역을했다



멍구가 떠나고 멍구를 그리워하며 만든 멍구 단체티
40여명의 멍구 팬클럽들에게 전달되었음

나중에 멍구를 데려간 중대장님이 보낸 영상이야
이게 내가 마지막으로 본 멍구의 모습임


군대에 들어온 강아지들


출처: 멍멍이 갤러리 [원본보기]

추천 비추천

1,478

고정닉 508

27

댓글 영역

전체 리플 0
등록순정렬 기준선택

하단 갤러리 리스트 영역

왼쪽 컨텐츠 영역

갤러리 리스트 영역

갤러리 리스트
번호 제목 글쓴이 작성일 조회 추천
공지 2013년 1월 1일부터 힛갤에 선정되신 분들께 기념품을 드립니다. [221] 운영자 13.01.11 502589 306
공지 힛갤에 등록된 게시물은 방송에 함께 노출될 수 있습니다. [334/1] 운영자 10.05.18 449833 102
15452 (화질구지 스압)얘드라 도와죠... 국도 타고가다 닭 주워왔어... [1674] 청둥오리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2 70770 3669
15451 [사진스압]흙붕이 키보드 수리했다.. [279] 공학123 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1 54014 585
15450 벼 수확 [355] 당당맨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1 43117 927
15449 [스압] 프랑스 까지 가서 와인만 마시고 온 썰 [185] ㅇㄴㅇ(178.195) 10.10 27936 251
15448 [스압] 곽철용 피규어. 묻고 따블로 가! [375/4] JSP피규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0 43005 288
15447 조커보고 도트 찍어왔다 [200] ㅇㅇ(121.165) 10.09 45978 667
15446 비오는 새벽 학주리 응원가를 연주해보았다 [111] ㅇㅇ(119.201) 10.08 13212 132
15445 뜨끈-한 국밥 리뷰 모음집 [712] 익지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08 92946 737
15444 (초스압,단편) 쓸모없는것 [567] 손하야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07 42385 310
15443 eva폼으로 태양만세 만든거 보고가세요(약스압) [446] 나는영어로미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07 31322 198
15442 와우 요리, 요리 하기 ~서부정통스튜~ [561] 냔냔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05 71076 1224
15441 조커 만들었습니다. [739] 가마도리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04 132940 2275
15440 하트 레빗 코스터 팬게임 만들어 왔음여 [295] 겜스갓흥엔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04 32550 234
15439 회색앵무 주인찾아줘따 (종합정리) [437] 멬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03 48534 1431
15438 톱구 피규어 만들어씀니다 행님들 외 [176] 취미맨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02 28878 258
15437 [스압] 190928 강원도 모캠 투어 후기 01~12 [완] [82] Denver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02 15465 72
15436 월간 주갤빌런 9월호 [411] Sia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01 69197 214
15435 월간 컴갤빌런 9월호 [312] 람쥐쎈세 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01 78436 745
15434 (초스압,단편) 달인의 경지 [1408] 박지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30 76327 1381
15433 247일동안 자전거로 유럽여행한게 자랑(스왑) [414] 옥콩콩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30 25766 393
15432 명품 지갑 하나와, 자동차 한대를 마신 후기입니다. [1468] 악어새_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28 109419 1340
15431 (업뎃)그동안 공모전 도전 한 것들 [416] ㅇㅇ(121.188) 09.27 43604 608
15430 컴붕이 아케이드 게임기 자작 케이스 PC 만들었다. [368] 런쿠스틱 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27 51917 477
15428 꼴데확정주 완성!! [발퀄주의] [214] 스칼리디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26 47215 741
15427 스압) 마비노기 영웅전 에이레 제작과정 외 [216] 19999 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25 44754 415
15426 깡갤럼의 오산 미공군기지 방문기 [스압 주의] [182] Noreddie_Murcury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25 26932 112
15425 자전거 전국일주 후기 (8/21~9/2) [169] 자붕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24 23669 219
15424 [스압] 고닉파라고해서 하나 파긴팠는데 [185] 그림겆갤러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24 27818 115
15423 콱붕이의 류딸 선발경기 직관후기 [126] 늒네(172.58) 09.23 25597 312
15422 어머니가 만들어주신 셔츠 완성작 [550] 백갤럼(218.50) 09.23 59354 1315
15421 스압) 그래픽카드 냉납 현상 자가수리 후기 [725] ㅇㅇ(218.154) 09.21 88523 2114
15420 판타지 한컷 낙서 -1- [510] A.Shipwrigh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20 67769 1136
15419 대기열 동안 요리숙련을 올려보자 2탄 맥주로 양념한 돼지갈비 [282] 요리의대가(118.45) 09.20 57079 677
15418 후쿠시마 원전에서 차박했다가 너무 불편해서 캠프용품 11만원으로 맞춤 [2012] ㅇㅇ(122.249) 09.19 93740 651
15417 [스압] 은하수들 외 다수 [247] 읭읭이(58.228) 09.19 23327 236
15416 에버초즌 대회 후기 및 사진 [157] GilotinX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18 29957 324
15415 (지도추가, 정리해서 재업) 7월 북알프스-오모테긴자 혼자 다녀옴 [123] ㅍㅍㄹ.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18 13974 118
15414 [팬아트] 한달간 그린 히어로 팬아트들 외 [158] 으육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17 26425 249
15413 이로치 불켜미 클레이 만들었어요 + 최근 만든 포켓몬 클레이 요약! [281] Tapclay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17 19935 282
15412 6일간의 물질사진 (초스압 주의) [194] FallOu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16 47319 394
15411 190915 이기대->해운대 횡단 바다수영 후기 [232] 자식농사(1.176) 09.16 21903 207
15410 [스압] 지우와 피카츄를 만들었습니다. 외 다수 [534] 가마도리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14 98696 1650
15409 낙타의 혹 [550] ㅁㄴㄹㅇ(61.76) 09.13 60715 745
15408 첫 디오라마 완성 외 [163] 사베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12 45466 386
15407 [스압] 나의 군대 이야기 (제보썰: A급 조교) 외 [301] mask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11 105592 428
15406 초스압주의) 1년간 모은 야경사진으로 HIT갤 도전 [323] Caniko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11 38601 613
15405 마을 청년과 마을 아가씨의 이야기 [332] 변약의황자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10 65307 565
15404 물붕이 4집기념 마루네소 만들어 왔어요(스압,데이터 주의) [454] Lie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10 19885 210
갤러리 내부 검색
전체게시물 정렬 옵션

오른쪽 컨텐츠 영역

개념글 []

/

    이슈줌NEW

    1/6

    뉴스NEW

    1/3

    힛(HIT)NEW

    그때 그 힛

    1/3

    초개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