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시인사이드 갤러리

HIT 갤러리

갤러리 이슈박스, 최근방문 갤러리

갤러리 본문 영역

뮤직비디오 한편이 제작되는 과정 (스압)

dwijip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019.07.15 16:31:44
조회 42257 추천 629 댓글 235

일단 내 소개를 하자면 영상 제작하는 일로 먹고 사는 사람이고, 영상 만드는 일이 재미있고 좋은데 운좋게도 그런 쪽의 직장에서 일하고 있음

그런데 어떤 일이든 마찬가지지만 이상과 현실의 갭이 있다보니, 내가 정말 만들고 싶은 영화나 뮤직비디오나 스포츠 콘텐츠 쪽 일로는 먹고 살기에 애로사항이 많더라

쉽게 말하자면 재미없는 영상들 만들고 돈벌어서 그 돈으로 재미있는 영상 만드는 데에 쓰고 있음

해야하는 일하고 남는 시간에 온라인이던 오프라인이던 인연이 된 인디 뮤지션들 뮤직비디오나, 아직 유명하지 않은 운동선수 프로모션, 단편다큐 같은걸 주로 제작하고 있음


원래 알고 지내던 기타리스트 형님이랑 이번에 만들게 된 뮤직비디오 제작과정을 공유하고자 함


1. 시놉시스 쓰기

프로젝트마다 다르지만, 뮤직비디오 특성상 아주 자세하게 내용을 서술한 대부분 시나리오는 필요가 없기 때문에

A4 한장에서 두장짜리 시놉시스를 기본으로 시작해서 제작과정을 시작함


2. 트리트먼트 작성

시놉시스가 이미 내용을 모두 설명하고 있기 때문에 필요가 없을 것 같지만, 시놉시스의 내용을 시각적 예를 들어 설명할 수 있고

뮤직비디오 제작에 많은 시간과 많은 돈을 투자해야하는 아티스트에게 구체적인 비전을 제시해줘야 할 필요가 있음

그리고 인디 뮤직비디오는 거의가 열정페이나 무페이로 촬영팀을 꾸려야해서 이 분들에게도 하나하나 찾아가 설명하고 시간을 투자해달라는 부탁을 할 때에 요긴함


3. 홍보용 포스터 제작

사실 뭘 찍기도 전이라 실제로 쓸 포스터 라기 보다는 다같이 으쌰으쌰 하자는 의미로 소셜미디어에 쓰일 용도


4. 스토리보드 제작

전문 스토리보드 아티스트들이 보면 코웃음 칠 실력이지만, 이것도 제작비 절감을 위해 형체를 알아볼 수 있을 정도로만 해서 직접 그림

원래 시놉시스에서 서술한 아이디어를 최대한 살리기 위해 샷 사이즈랑 앵글 등을 조절하는데 현실적으로 촬영이 어려울 것 같은 샷 들은 이 단계부터 미리미리 수정 시작


5. 의상제작 문양 조사

이번 뮤직비디오는 컨셉 상 문양을 넣은 상의를 제작 하기로 했는데 왠지 한국 전통 문양을 이용해서 하고 싶어져서 여기저기 뒤적거림

이번에 처음 알았는데 한국문화정보센터 라고 홈페이지 가보면 한국 전통 문양을 디지털화 해서 여러 용도로 사용할 수 있게 만들어 놓음

우리나라에서 이런 좋은 일도 했었구나 라고 놀랐음, 어쨌든 고맙게 참고자료로 사용함


6. 문양 일러스트 작업

여러가지 패턴 조합한 샘플 만들어서 비교


7. 문양 합성

대략 이런 느낌일까? 라는걸 보기위해 포샵질


8. 가죽상의에 밑그림 + 기본 흰색 코팅

처음에는 나도 내가 이걸 손으로 그리게 될 줄 몰랐음, 그냥 일러스트 작업만 하고 어디 공장에 갔다주면 기계실로 다 박을 수 있겠지 라고 쉽게 생각했는데

막상 견적을 받아보니 내가 원하는 디자인이 너무 복잡해서 기계실로 박음질해서 제작하는게 너무너무너무 욕나오게 비싸고 심지어 싸구려로 비닐 프린트하는 것도 가성비가 별로여서

결국에는 울며 겨자먹기로 손수 다 그림, 대학 졸업 이후로 붓을 처음 잡아 본듯


9. 상의 제작 완성

내가 뮤직비디오를 만드는 사람인지, 커스텀 가죽 자켓 제작하는 사람인지 헷갈릴 정도로 오래 걸렸지만 결국에는 완성함.

나중에 때 타고 벗겨지지 말라고 투명 코팅까지 발라서 완료


10. 장소 섭외 조사

어두컴컴하고 왠지 음산한 뉴욕의 뒷골목의 느낌인 장소를 머리속에 그리며 , 싸게 구할 수 있고, 촬영에 필요한 스모크를 낼 수 있는 장소여야 했고 촬영허가가 날 수 있는 장소여야 했음.

구글어쓰에서 며칠동안 살다시피 하면서 현재 지금 살고 있는 도시의 골목길은 다 가본듯, 마음에 드는 곳 몇군데를 추려서 연락하고 찾아가봄


11. 촬영 장소 답사

아주 컨셉에 들어맞거나 마음에 백프로 드는 곳은 골목은 아니었지만 싸게 빌릴 수 있고 주택가랑 떨어져 있어 발전기와 스모크를 마음대로 쓸 수 있는 곳 이여서

이 곳으로 정함, 옛날에 와인을 숙성시키는 건물이 타서 없어지고 그 구조물 중에 남은 벽을 그대로 둔 것이라 함.


12. 촬영 당일 준비

미리 촬영 장소 도착해서, 오랜만에 만난 뮤비 주인공 형님이랑 재회하고, 싸게 사온 선글라스를 무광 스프레이로 칠함.

유광 선글라스를 착용하고 촬영하면 카메라가 비춰보이기 때문에 이렇게 처리하고 촬영


13. 그린스크린 설치

대형 그린스크린 설치 및 조명 테스트


14. 퍼포먼스 촬영

그린스크린 치우고 기타리스트 분 퍼포먼스 촬영

뭔가 지난 몇달동안 준비해온 여러가지들이 한데 모아지고 카메라에 내가 원했던 장면들이 담기기 시작할 때에 그 기분은 뭐라 말로 형언 할 수가 없음

그날 하루밖에 기회가 없으니 뭔가 큰 부담으로 다가오기도 하고, 시원섭섭 하기도 하고, 준비과정에서 투자한 노력이 보상 받는 느낌도 드는 듯


15. 가편집

촬영이 끝나면 최대한 빠른 시일내에 가편집을 하려고 하고 있음

그렇게 해야 현장에서 있었던 특이사항 같은것도 자세하게 다 기억나고 개인적으로 찍으면서 느낌이 좋았던 샷들을 따로 빼서 골라 놓기가 좋음

더 큰 프로덕션에서는 샷노트라는 걸 작성하는 사람이 따로 있는데, 편집자에게 촬영 현장에서 감독이 말했던 걸 그대로 다 전달하는 역할이라고 볼 수 있음


16. 그린스크린 편집

그린스크린 샷들은 따로 그래픽 작업을 오랜기간 거쳐야 하기 때문에, 그것들만 따로 빼서 가편집을 또 해봄

실수가 없었는지 이대로 작업을 진행해도 되는지 편집을 해봐야 답이 나옴. 이 단계에서 재 촬영이 필요하거나 하는 경우가 종종 있는데 다행이 이 경우에는 모든게 무난하게

촬영되어 있어서 큰 문제 없이 다음단계로 진행함


17. 후반작업 그래픽 요소들 수집

그린스크린이 있었던 공간을 내가 상상하던 골목으로 탈바꿈하기 위해 여러가지 과정을 거치는데 그중에 제일 처음은 뼈대를 이룰 텍스쳐 이미지를 만들고

구석구석 디테일을 이루어줄 각종 이미지 수집 및 포토샵 작업. 이때는 이삭줍기 하는 심정으로 열심히 아이템을 줍줍해 가져와서 조합해보고 버리고, 다시 만들고 수정의 수정을 반복함.


18. VFX 작업

계속 이걸 대보고 저걸 대보고 하면서 조합과 수정을 반복하다가 그나마 마음에 드는 벽을 만들어서 그린스크린 샷에 합성해 넣음

1차 합성을 해보고 나서 중간편집을 해보니, 퍼포먼스 샷들에는 스모크가 많았는데 그린스크린 샷에는 전혀 없어서 어색함

디지털로 스모크랑 조명이 새는 효과까지 추가하고 나서야 조금 볼만해짐

뒤 벽에 박힌 창문 속 네온사인과 윗쪽 가로등을 껏다 켰다 할 수 있게 에펙에서 컨트롤러 설정


19. 파이널 컷 / 색보정

그래픽 작업이 끝난 샷들을 바꾸어 넣고 마지막 편집까지 마친 이후에 색보정을 하는데

이 때 보통 색보정 작업은 인물의 피부톤이랑 화면의 나머지 부분을 나누어서 한다, 그래야 피부톤을 해치지 않으면서 화면의 색감을 내가 원하는 느낌으로 조정 할 수 있음

원래 색보정 단계에서 이 두가지를 나누는게 은근히 시간 많이 잡아먹고 노가다였는데 다빈치 리졸브라는 프로그램 덕분에 한결 수월해졌다


20. 엔딩 크레딧

엔딩 크레딧

보통 뮤직비디오에 크레딧을 잘 넣지 않지만, 이경우에는 무료로 시간을 써준 스탭들에게 아주 조금이라도 감사표시하기 위해서 넣음



완성된 뮤직비디오




아직도 읽고 있는 사람이 있을까 싶지만, 있다면 스크롤 한다고 고생했음



출처: 인디밴드 갤러리 [원본보기]

추천 비추천

629

고정닉 261

36

댓글 영역

전체 리플 0
등록순정렬 기준선택

하단 갤러리 리스트 영역

왼쪽 컨텐츠 영역

갤러리 리스트 영역

갤러리 리스트
번호 제목 글쓴이 작성일 조회 추천
공지 2013년 1월 1일부터 힛갤에 선정되신 분들께 기념품을 드립니다. [213] 운영자 13.01.11 499847 297
공지 힛갤에 등록된 게시물은 방송에 함께 노출될 수 있습니다. [331/1] 운영자 10.05.18 448451 100
15365 미르인형 완성 +제작과정 모음 [404] 백룡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17 27162 905
15364 [스압] 맹장터졌는데 알바 나간 만화 [975] 귤쿤(125.183) 08.16 69993 735
15363 산에 쓰레기 버리지 맙시다2 [491] ㅇㅇ(121.132) 08.16 38168 1292
15362 실외기 뒤에 살았던 황조롱이 일지(스압, 데이터 주의) [477] GasMaskFox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15 58636 1489
15361 [스압] 도시행성의 결말에 대해 [307] 셋하나둘은둘셋하나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14 46176 230
15360 런던 코믹콘에서 닥터후 배우들 '또' 만난게 자랑 [324] ㅇㅇ(125.138) 08.14 28547 526
15359 만들었던 축구 합성짤들 링크 모음.txt [379] 텐노지리나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13 138227 786
15358 왜 나는 너를 사랑하는가를 읽고 외 다수 [705] 흰돌이(121.160) 08.13 68033 258
15357 [모큐멘터리] 모기에서 모기로 [505] 464(110.70) 08.12 80797 1605
15356 [@무거나]마에카와 미쿠 페이퍼커팅아트 제작 [638] 판버린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12 21139 285
15355 마지막 콜라를 마시다 -1-.manhwa [완] [351] 무선혜드셋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10 132555 539
15353 식구 피규어 만드러씀니다 외 [223] 취미맨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09 47373 237
15352 심심해서 쓰는 서울 밖 이야기. 탄광촌 [219] ㅇㅇ(219.250) 08.09 46315 495
15351 2019년 은하수 여행-설악산 [186] 놀러옴(175.198) 08.08 24332 431
15350 화트프 집에서 키운 무순을 먹어보자 [186] 뉴트빌런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08 21044 254
15349 [스압] 뒤늦은 2019 ksef 영암 내구레이스 1인참가 후기 [103] 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07 15429 128
15348 알로사우루스 만들어왔다! [268] 초록괴물A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07 25164 464
15347 [스압] 나의 군대 이야기 (제보: 고문관 썰) 외 [367] mask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06 89931 505
15346 [스압] 엄청난 미인을 만들어봤습니다. 외 다수 [664] 가마도리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06 72814 1553
15345 엠붕이 셀프 리모델링 3일차 - 100%완성 끝 [328] 류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05 37648 305
15344 Spyder Ultimate Challenge 대회 후기 [439] 포천시민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05 39765 734
15343 [ Singing in the Rain ] [458] 왕바구미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03 71635 1199
15341 스압)종이로 콜베르크 만들기 [323] 판버린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02 35890 677
15340 生活 속의 社會學 (생활 속의 사회학) 1 [296] 생일기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01 58202 409
15339 포켓몬클레이 여지것만든거 올려볼게요 (스압) [287] Tapclay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01 28397 417
15338 스압) 종이로 만든 데스티니 건담 완성~~ [459] 개나리꽃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31 34359 652
15337 [스압] 식초원정대 : 시애틀의 잠 못 이루는 간 [116] 명품(119.194) 07.31 19624 89
15336 [단편] 날개 [311/7] 수면부족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30 40301 772
15335 스압) 늦었지만 K리그 올스타전 갔다온 후기다.txt [367] ㅁㄴㅇㄹ(211.224) 07.30 38682 609
15334 종이로 시내버스 만들어봄 외 [391] 버티고개(1.237) 07.29 41157 708
15333 (스압)심심해서 서울로 간 여행 마지막 시민아파트 회현아파트 방문기 [224] 트람뿌대통령만세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9 36013 380
15332 빼앗는 뼈 [734] 고랭순대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7 86980 766
15331 일어났더니 이 친구 어른으로 변함!!! (약간 혐오) [687] 릿츠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6 114638 952
15330 흙수저의 기행 (약간의 스압, 혐짤 고양이 털주의) [220] 펠없찐(210.113) 07.26 65086 448
15329 [랜드솔 요리왕] 나는 미야코인거야~ (1~2부) [961] 세베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5 68907 1288
15328 [스압] 김성모 작가님의 3D 영정사진을 만들어봤습니다. [733] 가마도리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5 88350 1758
15327 (스압)늦은 시카프 그랑프리 본선 및 후기글... [694] Gracia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4 27295 170
15326 [엘갤요리대회] 스노우 파스타 [409] 졸렬탈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4 45769 476
15325 다마스커스 Edc 카이덱스 만들어 줬습니다.ㅎㅎ [160] 927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3 29343 123
15324 스압,데이터) 야자와 니코의 생일을 축하해보았습니다. [1772/11] 새앙쥐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3 62422 970
15323 모기로 장식품 비츠 만들어봄 [779] 스틸리젼(잡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2 106860 3289
15322 알라딘 피규어 만들기 [481/1] 비오비타꿀맛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2 63296 1149
15321 치킨쳐먹다가 목구멍에 바람 구멍 난 썰.....ssul [967] ㅇㅇ(211.193) 07.20 148093 3515
15320 도버해협 타임랩스 [350] 아트맨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19 50470 589
15318 모든 징징이들을 위한.manhwa [682] 금요정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19 99142 2630
15317 [이탈리아 통신] 이탈리아 음식 및 식당 이야기 [203] Dol.(93.35) 07.18 42788 233
15315 잔디이불캠프 bgm 오르골로 옮겨왔음 [237] 이나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18 18982 188
15314 [스압] 걸어서 가는 부산-서울 (1일차) [274] 발게이(59.28) 07.17 74146 455
갤러리 내부 검색
전체게시물 정렬 옵션

오른쪽 컨텐츠 영역

개념글 []

/

    이슈줌NEW

    1/6

    뉴스NEW

    1/3

    힛(HIT)NEW

    그때 그 힛

    1/3

    초개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