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시인사이드 갤러리

HIT 갤러리

갤러리 이슈박스, 최근방문 갤러리

갤러리 본문 영역

[스압] 폴아웃4 리얼 커먼웰스 다녀온 후기

하델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019.12.23 18:21:07
조회 30286 추천 286 댓글 132

-폴아웃4 리얼 커먼웰스 다녀온 후기(1-1)


안녕 중붕이들아


눈팅만 하다 고닉박고 글쓴다

 

이번에 내 인생겜 폴아웃4의 무대인 보스턴을 다녀와서 사진 후기를 써봄

 

폴아웃4에서 주된 퀘스트 루트 위주로 다녀왔고(전부는 물론 못감)

 

보스턴이 역사가 깊은곳이라 아무래도 대부분이 미국사적 명소들임, 간단하게 설명도 하게씀

 

그리고 나는 사진찍는 실력이 개떡같기 때문에 감안하길...바람..

 

그럼 스타팅지점인 생츄어리부터 간당

 

보스턴 시내에서 전철을 타고 약 1시간 반정도 가면 생츄어리와 콩코드 지역으로 갈 수 있다




 

대망의 첫 시작 지점 생츄어리의 다리다

 

사실 이 다리가 생츄어리(실제론 공원)보다는 훨씬 유명함

 

바로 미국 독립전쟁의 첫 전투가 이곳에서 이루어졌기 때문

 

미닛맨(민병대)들이 영국군을 몰아내는데 성공하면서 승리하게됨

 

성지라고 불릴만 하다

 

다리자체는 여러번 노후화되서 철거되었고 이건 50년대 다시 만든 복제품임



바깥방향에는 1836년에 승전을 기념해서 새운 오벨리스크가 있고(주변에 사망한 영국군을 기리는 묘지도 있음)



안쪽에는 미닛맨 동상이 있다





게임상에도 등장하는데 모습은 좀 다름

 

위치도 반대편 오벨리스크쪽에 있다






수원지로 활용하는 콩코드강






실제 공원은 건물은 거의 없고 이런 허허 벌판에 길만 깔려 있다

 

길의 모습은 게임과 제법 비슷함





부지가 생각보다 넓음

 

빌리징하기 좋을듯







앗!

 

볼트로 가는 샛길도 실제로 있다!

 

우리가 핵떨어진다고 마누라고 애고 버리고 튀던 바로 그 길이다




왜? 나만 쓰래기야?




물론 실제로 길 끝에 볼트따윈 없다

 

아쉽다



 

이곳에 있는 유일한 건물인 방문객 센터

 

위치상으론 주인공 집의 맞은편 집이다

 

스터지스가 맨날 뭔가 벽에대고 땅땅거리던 그곳 맞다

 

지금은 겨울이라 열지 않았다....

 

이제 아랫도시 콩코드로 가보자


(사진20개 씩이라 끊음)


-폴아웃4 리얼 커먼웰스 다녀온 후기(1-2)




콩코드에 도착해서 뭔가 뿅뿅(근첩아님ㅎ)거리는 총소리를 따라가면 들리게 되는 콩코드 박물관


그러나 사실 실제 박물관은 생각보다 작고 평범하다


위치도 콩코드 시내와 걸어서 20분정도로 멀리 떨어져 있음


때문에 주변에 진짜 암것도 없다




(역광ㅈㅅ)


실제 모습은 좀 멀리 떨어진 콩코드 공공 도서관과 더 닮은듯해서 찍어봄



좀더 가까이서


확실히 발코니도 있고 기둥도 닮은것이 실제 건물의 모델은 이쪽인듯


아님말구ㅎ




다시 박물관으로 돌아와서


이쪽이 얼마전에 증축된 신관입구다


보다시피 아직 마무리 공사가 덜끝났고 전시품도 100%채워지진 않았음


그래도 가개장 중이라 무료입장은 가능





내부는 신축이라 꽤나 깔끔


게임상 박물관이랑은 내부 닮은점은 전혀 없음





이것저것 전시해 두곤 있긴한데


아직 100% 개장이 아니라 그런지 볼게 많진 않았다


미닛맨 복장등이라도 있을줄 알았는데 그런것도 없었음 ㅜ


솔직히 박물관이라기엔 너무 초라한 모습이었다





하지만 식량 부족에 시달리는 정착민들의 식사만큼 초라하진 않겠죠. 여기, 지도에 표시해 주겠습니다



갸아아악-





아 이곳 구석의 책상 위에는 버블헤드를 하나 얻을수 있으니 잊지말도록 하자(진짜)




박물관을 나와서 콩코드 시내쪽으로 가본다


이쪽은 아무래도 관광지나 고층 빌딩이 많은 지역이 아니라 주거지역에 가까워 거의 깡촌이라 볼수 있다


게임의 모습과는 사뭇 다르다




그나마 가장 붐비는? 지역


작은 공항이 멀지 않아서 그런지 지나가는 차는 제법 많다



이제 이곳을 벗어나 더 남쪽으로 가야겠다



1편은 여기까지 하고


내일쯤 2편으로 하버드~펜웨이파크쪽을 올리겠음



-폴아웃4 리얼 커먼웰스 다녀온 후기(2-1)


-폴아웃4 리얼 커먼웰스 다녀온 후기(2-2)


-폴아웃4 리얼 커먼웰스 다녀온 후기(3-1)


-폴아웃4 리얼 커먼웰스 다녀온 후기(3-2)


-폴아웃4 리얼 커먼웰스 다녀온 후기(4-1)


-폴아웃4 리얼 커먼웰스 다녀온 후기(4-2)


-폴아웃4 리얼 커먼웰스 다녀온 후기(5-1)

 

-폴아웃4 리얼 커먼웰스 다녀온 후기(5-2,完)


계속해서 컨스티튜선 호 안이다





선장실도 똑같이 있다


선원들 방에 비하면 완전 5성 호텔급이다




참고로 여기 로봇 선장의 이름이 '아이언 사이드' 인데 이 이름의 유래가 있었다


미영 전쟁 당시 컨스티튜션이 고급 목재+신설계 빨로 영국 선함들 포탄을 맞고도 죄다 튕겨내서


"???머임 저거 옆구리 철판으로 만든거 아님?" 이런 소리가 나왔는데


이때 얻은 별명이 "올드 아이언사이드"였다고 한다



이제 프리덤트레일을 따라 마지막 장소로 가보자


사족이지만 사진에서도 느꼈다시피 이날 비가 존나게 왔다


날씨도 존나 추워서 걸어가는게 거의 고문이었던 날 ㅜ






드디어 도착한 대망의 벙커힐


게임에선 캐러밴들의 주둔지로


플레이어가 특정 팩션 선택시 마지막으로 대규모 삼파전 전투가 일어나는 곳이다


실제로는 미국 민병대가 영국군을 상대로 분전하다 패배한 곳으로


저 오벨리스크는 그 전투를 기려 세워진것





옆에는 벙커힐 기념관이 있다





볼건 많지 않지만 아조씨들이 와서 가이드도 해주는 모양


게임상에선 캐러밴들 상점으로 구현되어 있다




프리덤 트레일 끗!


개인적으로 중요하게 봐야 할 곳은 이렇게 다 봤다고 생각한다


이제 자체 엔딩을 맞이할 곳으로 가겠다





보스턴 시내를 가는 버스 정류장이 가장 가까운 곳도 걸어서 20분이 넘는 구석탱이


이곳은 캐슬 아일랜드라고 하는 공원이다


게임에서는 미닛맨의 구 본거지로 더 캐슬 이라는 이름으로 구현되어 있다






이곳은 원래 항구를 지키는 요새였는데 이후 공원으로 개조되었다


보다시피 높이가 그리 높지는 않다


그래도 고지대에 위치해서 방어는 용이했을것 같다





바로 옆에 위치한 식당


게임에서 프리스턴 가비와 몇 미닛맨들과 캐슬 탈환을 시작하는 곳이다


긴가민가 했는데 게임의 간판과 실제를 비교해보셈 ㅋㅋㅋ 뒷 스펠링에다 클로버까지 ㅋㅋㅋ


왜 베데스다는 이런것만 디테일 할까






아쉽게도 내부는 내년 봄에 열린다


알고 가긴 했지만 구경을 못해 매우 씁쓸했다ㅜ





캐슬 아일랜드의 노을샷으로 이 연재를 마친다


모두 봐줘서 고맙다


조만간 나처럼 여행하고픈 사람들을 위해 팁글도 하나 쓸 예정이다


그럼 다음번에 수도 황무지 연재로... 돌아..오고싶다...




-끗-




출처: 중세게임 갤러리 [원본보기]

추천 비추천

286

고정닉 99

11

댓글 영역

전체 리플 0
등록순정렬 기준선택

하단 갤러리 리스트 영역

왼쪽 컨텐츠 영역

갤러리 리스트 영역

갤러리 리스트
번호 제목 글쓴이 작성일 조회 추천
설문 다음의 '국뽕짤'에서 빼도 된다고 생각하는 요소는? 운영자 20.02.18 - -
공지 2013년 1월 1일부터 힛갤에 선정되신 분들께 기념품을 드립니다. [204] 운영자 13.01.11 509887 320
공지 힛갤에 등록된 게시물은 방송에 함께 노출될 수 있습니다. [338/1] 운영자 10.05.18 453145 106
15660 아크릴로 일체형 컴터 만들어봄.jpg [221] 노지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18 23029 347
15659 어학연수때 중국인들에게 고통받은 썰.MANHWA [623] 식봉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18 47505 490
15658 [약스압] 영화 "시간을 달리는 소녀" 순례 후기 [503] Ajar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17 30067 470
15657 [스압] 흙수저의 싼마이 리모델링 [1022] 멩멩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17 46439 1274
15656 프로즌 갤러리 덩-실 덩-실 챌린지 모음집 [1312] 예지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15 79664 837
15655 실험)와인에서 브랜디 뽑아먹기 [504] Cocopommel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14 56458 862
15654 [더러움주의] 수육기름으로 쿠키만든게자랑 [640] 끾뀪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14 79442 1559
15653 쿠치카미자케 3년존버 후기 [1183] 3년만에돌아온포스터빌런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13 95880 1301
15652 [스압] 원룸에서 폐급 기타를 새 기타로 소생시켜보았다 [177] 『ロトレキ』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13 39958 238
15650 중붕이 바바예투 아카펠라로 불러봤서.swf [527] Kk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12 26506 358
15649 [이집트][스압] 사진 총정리 [221] 모래사탕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12 31298 253
15648 [스압] 야외에서 검정고무신 코스프레 촬영한거 후기. [539] 레나천사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11 66614 1319
15647 끄아악의 제빵대회편 [스압] [573] 끄아악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11 53976 891
15646 밸런싱 로봇을 만들어 보았습니다. [572] ㅁㄴ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10 69975 725
15645 (스압) 레게집에 페리온 놔드렸어 [264] 레게엨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10 34612 616
15644 [스압] 오버워치 추억의 경쟁전 만화 [942] 깜지루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8 127356 3272
15643 랙잭인형 제작기2 [677] 메가타로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7 33411 382
15642 걸아속))) 처음으로 가보는 노르웨이 아렌델 여행?기 [835] 웨이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7 41715 410
15641 [초스압] 데이빗 20 完 [1193] d몬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6 67999 1006
15640 시청,구청,도청,군청가서 지하철타고 목걸이줄 얻은 갤럼의 이야기 [506/1] 트람뿌대통령만세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6 62275 308
15639 [약스압] 하나무라 디오라마 만들어봤어요 [265] 츄프(175.198) 02.05 44976 623
15638 반지빌런 물붕이 후기[스압] [650] loveR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5 75222 1313
15637 [만화] 미스티아가 병문안 오는 만화 [1885] 조져버리기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4 77673 1873
15636 (스압) 파이리 알콜램프 만들기 [254] 닭귀신(124.56) 02.04 35215 658
15635 [초스압] 아 형림들 아산 격리 2일차인데 죽겠습니다 ㅋㅋㅋ [1000] ㅇㅇ(180.134) 02.03 105072 1625
15634 주류갤 뉴비입니당! 집에서 삼양주 만들었습니다! 가양주가 대세지라! [276] 술익는집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3 35133 449
15633 스스로 태고가 되어 태고의 달인 하는 법 [586] 스톤볼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1 93518 1758
15632 오작 이오지마전투 [363] HMC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31 50522 647
15631 카이로 소프트에서 선물 받았다... [801] ㅇㅇ(175.112) 01.31 65937 1616
15629 보플기반으로 편곡한거 정리해봤슴 [211] 병신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30 27598 284
15628 AFS 조이스틱 케이스 사용기(매우 스압) [130] 퀵매빌런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29 33428 149
15627 고3때 문학배틀 걸려온.manhwa [1082] 금요정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29 122295 2356
15626 [스압] 엑스포 5주년 세계일주 - 밐스포 2020 유럽 후기 [581] Livetune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28 36714 450
15625 (솔플직관후기,장문)리바이스 스타디움 : 19-20 NFC 챔피언십[스압] [90] dd(1.177) 01.28 17247 136
15624 아렌델 성 제작기(완성) [614] 프릉프릉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27 52141 1636
15623 스압) 토붕이...1.5평 방토이 셀프인테리어 했다.jpg [917] 앗코라구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25 111706 1765
15622 [초스압] 인형과 함께한 오가사와라 여행 [810] 和泉つばす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24 50121 547
15621 2019년 포켓몬 클레이 총 모음 올려봅니다 ㅎㅎ!! [332] Tapclay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23 43423 628
15620 프로즌2 "Home" 스토리보드 완성:D [586] 홈작업러(211.208) 01.23 43735 435
15619 [ 찐따탈출 러브펀치 만화 ] [586] 왕바구미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22 84042 1258
15618 미레이 인형으로 무선 충전기를 만들어보자 [스압] [700]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22 39777 350
15617 본인 인생 너무 짜증나서 새로 방 꾸민 이야기 [1178] O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21 110601 1462
15616 스압)작게나마 홀로그램 공연을 만들 수 있는 가이드 [640]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21 62220 581
15615 채연이 목격담 [1771] ㅇㅇ(118.235) 01.20 109780 1306
15614 장문주의) 러브라이브 라이브뷰잉 탐사 후기 [1186] 냥타반장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20 48936 529
15613 스스로 악기가 되어서 리듬게임 하는 법 [816] 스톤볼(211.246) 01.18 126287 2367
15612 RX570 새척했다 ㅋㅋ [732] 마케나이데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17 116302 832
15609 지금까지 모은 유물들 [363] 최쨔응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17 71891 393
갤러리 내부 검색
전체게시물 정렬 옵션

오른쪽 컨텐츠 영역

개념글 []

/

    이슈줌NEW

    1/6

    뉴스NEW

    1/3

    힛(HIT)NEW

    그때 그 힛

    1/3

    초개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