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시인사이드 갤러리

HIT 갤러리

갤러리 이슈박스, 최근방문 갤러리

갤러리 본문 영역

아파트에 사는 황조롱이 이야기-1앱에서 작성

프로는운에맡기지않는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020.06.19 15:58:48
조회 68406 추천 1,345 댓글 604

예전에 새 사진 찍은걸로 힛갤 간적이 있는데, 그때 동물-기타 갤러리에도 사진을 올려달라고 하신 분들이 많아서 사진을 올려 봅니다. 새 사진이 너무 많아서 뭘 올릴까 하다가 황조롱이 육추가 끝나가는 상황이라 정리도 할겸 황조롱이 스토리를 올려볼게요
(조류갤, 디사갤을 하신분들은 중복된 사진들이 있습니다)

viewimage.php?id=2cb3d92be4de&no=24b0d769e1d32ca73fed8efa11d02831f03ea6d0e55e4594cd11f5d00deb424cc9c5cfa82bbfe27a0fae6c5ccb8191b47d34d1fcaaffb7fd9e014847ad3dbe54b080c67508f231fabb6f

3월 말쯤 황조롱이 암컷을 만났습니다.  제가 사는 아파트는 사진에서 처럼 새들이 앉기 충분한 난간이 있는데, 운이 좋게도 제가 사는 층, 그리고 앞동 난간이 황조롱이가 쉬는 공간 이었습니다.

viewimage.php?id=2cb3d92be4de&no=24b0d769e1d32ca73fed8efa11d02831f03ea6d0e55e4594cd11f5d00deb424cc9c5cfa82bbfe27a0fae6c5ccb8191b47d34d1fcaafdb6ab9b564d45ab3dbe54c3ca845a526c08946348

책에서나 보던 천연기념물을 실제로 보는게 신기 했고, 그걸 사진으로 찍을 수 있다는 사실이 재미 있었습니바. 제가 조류에 관심을 갖게 된 계기가 황조롱이 때문입니다.

viewimage.php?id=2cb3d92be4de&no=24b0d769e1d32ca73fed8efa11d02831f03ea6d0e55e4594cd11f5d00deb424cc9c5cfa82bbfe27a0fae6c5ccb8191b47d34d1fcaafab4fc9d054841a73dbe544bd4979cc97903e88076

viewimage.php?id=2cb3d92be4de&no=24b0d769e1d32ca73fed8efa11d02831f03ea6d0e55e4594cd11f5d00deb424cc9c5cfa82bbfe27a0fae6c5ccb8191b47d34d1fcaaf8b1fb9a004c15ae3dbe54d22b616f27bc1dd1118e

viewimage.php?id=2cb3d92be4de&no=24b0d769e1d32ca73fed8efa11d02831f03ea6d0e55e4594cd11f5d00deb424cc9c5cfa82bbfe27a0fae6c5ccb8191b47d34d1fcaaa8baf39e021b11a83dbe54d7b3f5e1ddd7db53f1ae

비행하는 모습을 찍기 위해 많은 시행착오를 겪었습니다. 도데체 언제 어디로 뛸지 가늠이 안가더라구요.. 계속 관찰한 결과 1. 배설을 한 다음.         2. 바람이 많이 불때,  3. 자세가 낮아질때.    이 세가지 경우에 비행을 합니다. 물론 아무런 예고 없이 날라갈때가 많아요 ㅎㅎ

viewimage.php?id=2cb3d92be4de&no=24b0d769e1d32ca73fed8efa11d02831f03ea6d0e55e4594cd11f5d00deb424cc9c5cfa82bbfe27a0fae6c5ccb8191b47d34d1fcaaaab1fe95024944a73dbe5474cf071197387f2951b0

비행하는 모습은 항상 아름답지만 이렇게 정면으로 날라올때가 가장 예쁩니다.

viewimage.php?id=2cb3d92be4de&no=24b0d769e1d32ca73fed8efa11d02831f03ea6d0e55e4594cd11f5d00deb424cc9c5cfa82bbfe27a0fae6c5ccb8191b47d34d1fcaaace1ac9b501916ad3dbe54f77b19d9791d350dcf15

사냥해온 모습을 처음 봤습니다. 쥐를 잡아왔는데 눈앞에서 먹는 모습을 보고 참 신기 했어요.

viewimage.php?id=2cb3d92be4de&no=24b0d769e1d32ca73fed8efa11d02831f03ea6d0e55e4594cd11f5d00deb424cc9c5cfa82bbfe27a0fae6c5ccb8191b47d34d1fcaaa8e7feca071e46a83dbe54259717196144b59bd012

조그만 참새를 쥐고 날라가는 모습을 볼때 맹금은 맹금이구나 싶었습니다. 근데 이런 모습을 봐도 귀엽더라구요 ㅎㅎ

viewimage.php?id=2cb3d92be4de&no=24b0d769e1d32ca73fed8efa11d02831f03ea6d0e55e4594cd11f5d00deb424cc9c5cfa82bbfe27a0fae6c5ccb8191b47d34d1fcaaf8e0fcc90b4811ad3dbe54256d5485e17beb614494

암컷을 만나고 며칠 후 수컷을 만났습니다. 사실 이때는 암수를 구분 할 줄도 몰라서 새로운 맹금인 줄 알았어요. 검색해보니 황조롱이는 암수가 깃 색이 다르더라구요. 수컷은 머리에 회색깃이 있고, 날개 무늬가 점박이 입니다. 꼬리 깃도 회색이고요.

viewimage.php?id=2cb3d92be4de&no=24b0d769e1d32ca73fed8efa11d02831f03ea6d0e55e4594cd11f5d00deb424cc9c5cfa82bbfe27a0fae6c5ccb8191b47d34d1fcaaf8e4f39a074e40fb3dbe5403aa348f25e8249279fa

처음 봤을때 느낌은 와 잘생겼다~ 였습니다. 정말 잘생겼어요 ㅎㅎ

viewimage.php?id=2cb3d92be4de&no=24b0d769e1d32ca73fed8efa11d02831f03ea6d0e55e4594cd11f5d00deb424cc9c5cfa82bbfe27a0fae6c5ccb8191b47d34d1fcaaaab4abcf064b12ac3dbe54224019a77db4c4f0ffd6

viewimage.php?id=2cb3d92be4de&no=24b0d769e1d32ca73fed8efa11d02831f03ea6d0e55e4594cd11f5d00deb424cc9c5cfa82bbfe27a0fae6c5ccb8191b47d34d1fcaaabbafbc90a4c48fb3dbe546e1241e1dd7f68f8e5bc

점프해서 비행하는 모습을 처음으로 찍었는데, 확실히 수컷이 암컷보다 덩치가 작습니다. 보통 새들은 수컷이 암컷보다 깃이 화려하고, 노래도 잘부르고, 덩치도 작습니다.

viewimage.php?id=2cb3d92be4de&no=24b0d769e1d32ca73fed8efa11d02831f03ea6d0e55e4594cd11f5d00deb424cc9c5cfa82bbfe27a0fae6c5ccb8191b47d34d1fcaaf9b5fd950a4d48a63dbe541f1969e2ee8ab0bf40ae

viewimage.php?id=2cb3d92be4de&no=24b0d769e1d32ca73fed8efa11d02831f03ea6d0e55e4594cd11f5d00deb424cc9c5cfa82bbfe27a0fae6c5ccb8191b47d34d1fcaaade0aec8011a48a63dbe54edf862f78304d8e7e080

viewimage.php?id=2cb3d92be4de&no=24b0d769e1d32ca73fed8efa11d02831f03ea6d0e55e4594cd11f5d00deb424cc9c5cfa82bbfe27a0fae6c5ccb8191b47d34d1fcaafae6ae9a0b1c48aa3dbe54cd8bae2645fcde09ef8e

이 멋쟁이 수컷도 정면으로 날라와 줘서 멋진 모습을 담을 수 있었습니다. 이때만해도 수컷은 암컷보다 만나기 어려웠어요.

viewimage.php?id=2cb3d92be4de&no=24b0d769e1d32ca73fed8efa11d02831f03ea6d0e55e4594cd11f5d00deb424cc9c5cfa82bbfe27a0fae6c5ccb8191b47d34d1fcaaf9e7fb9b001e42fe3dbe548b197852b5a9991f1784

4월 쯤인것 같아요 둘이 같이 있는 모습이 자주 목격됐습니다..

viewimage.php?id=2cb3d92be4de&no=24b0d769e1d32ca73fed8efa11d02831f03ea6d0e55e4594cd11f5d00deb424cc9c5cfa82bbfe27a0fae6c5ccb8191b47d34d1fcaaa8e3f2cf531c15a63dbe5463f1406a68ae745b5a2e

수컷이 암컷을 자꾸 덮치려고!!!!! 시도를 했는데 암컷은 자꾸 튕기더라구요 ㅋㅋㅋ 사진으로는 못찍었는데 결국 성공? 했습니다

viewimage.php?id=2cb3d92be4de&no=24b0d769e1d32ca73fed8efa11d02831f03ea6d0e55e4594cd11f5d00deb424cc9c5cfa82bbfe27a0fae6c5ccb8191b47d34d1fcaaf9baff9e051b41aa3dbe54f380e9db8b2d053e9672

남자가 된 수컷!!! 겨울깃도 다 벗어버리고 여름깃으로 바껴서 더 날렵해 졌습니다.

viewimage.php?id=2cb3d92be4de&no=24b0d769e1d32ca73fed8efa11d02831f03ea6d0e55e4594cd11f5d00deb424cc9c5cfa82bbfe27a0fae6c5ccb8191b47d34d1fcaaa8bafd9d044714aa3dbe540553c22f8149b4547408

박새를 잡아와서 맛있게도 먹고요. 사실 저 먹이는 수컷이 사냥하고와서  암컷이 먹다 남긴걸 수컷이 짬처리하는 약간 불쌍한 장면입니다.

viewimage.php?id=2cb3d92be4de&no=24b0d769e1d32ca73fed8efa11d02831f03ea6d0e55e4594cd11f5d00deb424cc9c5cfa82bbfe27a0fae6c5ccb8191b47d34d1fcaafabbfd95504c41ab3db04db66d499da6b99dfc3f7e

왜 수컷이 사냥해서 암컷에게 바쳤느냐!!! 암컷이 알을 낳았더라구요 5알이나 ㅎㅎ 둥지는 제가 사는 층보다 아래층이었고, 여기 사시는 분께 여쭤보니 작년에도 여기서 새끼를 낳았다 하더라구요~ 검색해보니 둥지를 틀었던 곳이 아파트라면 그곳에 다시 트는 경향이 있다네요

viewimage.php?id=2cb3d92be4de&no=24b0d769e1d32ca73fed8efa11d02831f03ea6d0e55e4594cd11f5d00deb424cc9c5cfa82bbfe27a0fae6c5ccb8191b47d34d1fcaaffb5a99d0b1b15ab3dbe5462cb92155738bb1edca6

지극 정성으로 1달간 알을 품었고, 새끼들이 부화하기 시작했어요. 부모와는 다르게 크림색의 귀여운 아기새 였습니다. 실제 포란기간동안 암컷이 둥지 바깥으로 나가는 것을 많이 못봤습니다. 최소한의 먹이만 먹고 계속 알을 품었습니다.

viewimage.php?id=2cb3d92be4de&no=24b0d769e1d32ca73fed8efa11d02831f03ea6d0e55e4594cd11f5d00deb424cc9c5cfa82bbfe27a0fae6c5ccb8191b47d34d1fcaaaee6a899564d40ac3dbe544ba0e84ca3f5771fc38f

아직 부화하지 않은 알들이 있어 어미는 계속 알을 품었습니다.

viewimage.php?id=2cb3d92be4de&no=24b0d769e1d32ca73fed8efa11d02831f03ea6d0e55e4594cd11f5d00deb424cc9c5cfa82bbfe27a0fae6c5ccb8191b47d34d1fcaaf8e1af95501913fe3dbe54e5b17236dfd8349c4321

그래서 새끼 5마리가 모두 부화했어요 ㅎㅎ 똘똘 뭉쳐서 꼼지락 거리는게 엄청 귀엽네요. 이때가 5월 중순쯤 됐습니다. 이 다음은 새끼들이 부화한 다음 이야기 입니다.

- dc official App



-아파트에 사는 황조롱이 이야기-2

이번 글은 황조롱이 부부의 본격 육아 내용입니다

viewimage.php?id=2cb3d92be4de&no=24b0d769e1d32ca73fed8efa11d02831f03ea6d0e55e4594cd11f5d00deb424cc9c5cfa82bbfe27a0fae6c5ccb8191b47d34d1fcaaace1f2cd011d45ae3dbe5477e694b419995f923449b1ecefd4fd

맹금류들은 보통 날카롭거나 좀 사납게 생겼는데 황조롱이 외모는 정말 귀여워요 ㅎㅎ 특히 암컷이 귀엽습니다.

viewimage.php?id=2cb3d92be4de&no=24b0d769e1d32ca73fed8efa11d02831f03ea6d0e55e4594cd11f5d00deb424cc9c5cfa82bbfe27a0fae6c5ccb8191b47d34d1fcaaa4b2f89c044947f93dbe547d6ea283ffdf4f729007

제 생각엔 수컷은 귀엽기보단 멋있어요 ㅎㅎ 깃털 색이나 무늬나.. 암컷보다 멋있는것 같아요.

viewimage.php?id=2cb3d92be4de&no=24b0d769e1d32ca73fed8efa11d02831f03ea6d0e55e4594cd11f5d00deb424cc9c5cfa82bbfe27a0fae6c5ccb8191b47d34d1fcaaf9b2a99d011d49a63dc62e8ba8a83f7e45b614e748b4d2b059235986

아래 내용부터는 사냥 사진이 포함되 있어서 약간 잔인 할 수 있습니다.




viewimage.php?id=2cb3d92be4de&no=24b0d769e1d32ca73fed8efa11d02831f03ea6d0e55e4594cd11f5d00deb424cc9c5cfa82bbfe27a0fae6c5ccb8191b47d34d1fcaaace7fccf071d12aa3dbe54cd41b37e1e0cc293c213

수컷은 진짜 열심히 사냥해옵니다. 매일 매일 쉬지않고 사냥해와요

viewimage.php?id=2cb3d92be4de&no=24b0d769e1d32ca73fed8efa11d02831f03ea6d0e55e4594cd11f5d00deb424cc9c5cfa82bbfe27a0fae6c5ccb8191b47d34d1fcaaa5baf9c9071d13a73dbe5426c46bac544533853fd0

이때가 5월 말쯤 됐으니 어린 명금류들이 이소할 때라 비교적 손쉽게 사냥 할 수 있는것 같아요.

viewimage.php?id=2cb3d92be4de&no=24b0d769e1d32ca73fed8efa11d02831f03ea6d0e55e4594cd11f5d00deb424cc9c5cfa82bbfe27a0fae6c5ccb8191b47d34d1fcaaafbbf3cd0a4c15aa3dbe546d7cf91d46cbb3eabd39

이전까지는 거의 쥐를 많이 잡아왔는데, 새끼새들의 이소기에는 작은 조류를 물어왔습니다.

viewimage.php?id=2cb3d92be4de&no=24b0d769e1d32ca73fed8efa11d02831f03ea6d0e55e4594cd11f5d00deb424cc9c5cfa82bbfe27a0fae6c5ccb8191b47d34d1fcaaaab3a89c501b45ab3dbe540f3d1bc4851af928d579

물어온 먹이는 간단하게 손질해서 암컷을 부르거나 둥지로 가져다 줍니다.

viewimage.php?id=2cb3d92be4de&no=24b0d769e1d32ca73fed8efa11d02831f03ea6d0e55e4594cd11f5d00deb424cc9c5cfa82bbfe27a0fae6c5ccb8191b47d34d1fcaaabb7a9cd034c15a83dbe54f17a42857b7cc2c68678

제가 목격한 것만 하루에 4번정도는 사냥해서 가져 왔어요. 황조롱이가 사냥성공률이 20프로 정도 된다하니 사냥시도가 엄청 많았을거에요.

viewimage.php?id=2cb3d92be4de&no=24b0d769e1d32ca73fed8efa11d02831f03ea6d0e55e4594cd11f5d00deb424cc9c5cfa82bbfe27a0fae6c5ccb8191b47d34d1fcaaacb2ab9a0a4948a93dbe54c38f59ff203648c6a7b3

사냥할때 엄청난 에너지를 쓰기 때문에 부모새들은 깃털도 좀 빠지고 살도 조금씩 빠지는것 같아요.

viewimage.php?id=2cb3d92be4de&no=24b0d769e1d32ca73fed8efa11d02831f03ea6d0e55e4594cd11f5d00deb424cc9c5cfa82bbfe27a0fae6c5ccb8191b47d34d1fcaafeb2a89b0a4b41ac3dbe5472de83d0e5ea27bc3af8

수컷이 사냥해서 먹이손질을 할때 특징이 있더라구요. 조류 머리를 따버려요.. 먹는건지 잘라서 버리는건지는 모르겠습니다.

viewimage.php?id=2cb3d92be4de&no=24b0d769e1d32ca73fed8efa11d02831f03ea6d0e55e4594cd11f5d00deb424cc9c5cfa82bbfe27a0fae6c5ccb8191b47d34d1fcaafde1acca534b48aa3dbe541e1e20fefd7f304e5388

조류사냥을 해오면 항상 머리부분이 없었어요.

viewimage.php?id=2cb3d92be4de&no=24b0d769e1d32ca73fed8efa11d02831f03ea6d0e55e4594cd11f5d00deb424cc9c5cfa82bbfe27a0fae6c5ccb8191b47d34d1fcaaafb4ffc9534849a73dbe54b9d61ac002f4cb894aed

수컷이 열심히 사냥을 해오면, 암컷이 새끼들을 키웁니다.
아직 새끼들이 작을때라 수컷이 열심히 사냥해오면 키울 수 있었어요

viewimage.php?id=2cb3d92be4de&no=24b0d769e1d32ca73fed8efa11d02831f03ea6d0e55e4594cd11f5d00deb424cc9c5cfa82bbfe27a0fc30254c68d9bb0feb5b2ab24bdebc0e5eed66d4c0f6d3c3cf450ea6a62c7670e2de7

viewimage.php?id=2cb3d92be4de&no=24b0d769e1d32ca73fed8efa11d02831f03ea6d0e55e4594cd11f5d00deb424cc9c5cfa82bbfe27a0fc30254c68d9bb0feb5b2ab24bdb3c2b0bd843f4b0e6d3c7f9beefe1fbdfac318d30b

viewimage.php?id=2cb3d92be4de&no=24b0d769e1d32ca73fed8efa11d02831f03ea6d0e55e4594cd11f5d00deb424cc9c5cfa82bbfe27a0fc30254c68d9bb0feb5b2ab24bdea90b7b8d0391d5f6d3c1e1f7e2a13f15508572f43

수컷은 사냥만해오고 암컷이 먹이를 찢어 새끼에게 먹입니다.  그 이유는 수컷은 먹이를 찢어 새끼에세 먹일 줄 모른다고 하네요. 그래서 사냥해서 먹이만 암컷에게 전달합니다.

viewimage.php?id=2cb3d92be4de&no=24b0d769e1d32ca73fed8efa11d02831f03ea6d0e55e4594cd11f5d00deb424cc9c5cfa82bbfe27a0fc30254c68d9bb0feb5b2ab24bdb4c7b3bed03319046d3c7cf7a78000f571504f2d97

새끼가 커갈수록 둥지에서 새끼들끼리 있어도 안전하고, 먹이도 더 많이 필요하기때문에 암컷도 사냥을 해오기 시작합니다.

viewimage.php?id=2cb3d92be4de&no=24b0d769e1d32ca73fed8efa11d02831f03ea6d0e55e4594cd11f5d00deb424cc9c5cfa82bbfe27a0fae6c5ccb8191b47d34d1fcaaaeb3fc9e574811aa3dbe5402dd697b1415420cb27a

먹이감을 발견하면 저렇게 당장이라도 뛰쳐나갈듯이 자세를 취해요. 눈빛도 평소 귀여운 모습이 아니라, 제법 맹금류 답습니다.

viewimage.php?id=2cb3d92be4de&no=24b0d769e1d32ca73fed8efa11d02831f03ea6d0e55e4594cd11f5d00deb424cc9c5cfa82bbfe27a0fae6c5ccb8191b47d34d1fcaaaee7f99a501948ab3dbe54d587167fbdd35f7fc12e

viewimage.php?id=2cb3d92be4de&no=24b0d769e1d32ca73fed8efa11d02831f03ea6d0e55e4594cd11f5d00deb424cc9c5cfa82bbfe27a0fae6c5ccb8191b47d34d1fcaaa4b4fe9a051a45af3dbe544c7d0d333a56410d2c34

참새를 잡아왔는데 암컷은 머리를 제거 하지 않고 털만 뽑아서 둥지로 갑니다.

viewimage.php?id=2cb3d92be4de&no=24b0d769e1d32ca73fed8efa11d02831f03ea6d0e55e4594cd11f5d00deb424cc9c5cfa82bbfe27a0fc30254c68d9bb0feb5b2ab24bde69be1bfd43f4c086d3cdd6f3dc6b449791fe55250

암컷이 먹이를 가지고 둥지로 가면 새끼들이 입벌리고 떼로 달려들어요 새끼들이 커갈수록 식욕도 왕성해져서 나중에는 어미를 밀치기도 합니다.

viewimage.php?id=2cb3d92be4de&no=24b0d769e1d32ca73fed8efa11d02831f03ea6d0e55e4594cd11f5d00deb424cc9c5cfa82bbfe27a0fae6c5ccb8191b47d34d1fcaaace4ae9a541c41fa3dbe549a8835c15241b783d87b

이번에는 수컷이 큰 쥐를 잡아왔습니다.

viewimage.php?id=2cb3d92be4de&no=24b0d769e1d32ca73fed8efa11d02831f03ea6d0e55e4594cd11f5d00deb424cc9c5cfa82bbfe27a0fae6c5ccb8191b47d34d1fcaaf9b0ff9d504c13fe3dbe549b16274df15697a5c0fc

이번 쥐도 머리가 없네요, 이때가 6월 초인데 다른 사진과 비교해보면 확실히 체구가 줄어든걸 확인 할 수 있었어요.

viewimage.php?id=2cb3d92be4de&no=24b0d769e1d32ca73fed8efa11d02831f03ea6d0e55e4594cd11f5d00deb424cc9c5cfa82bbfe27a0fae6c5ccb8191b47d34d1fcaafab0a999021e45aa3dbe54d3ecdae7fb523842c96f

암컷도 사냥하러 나가느라 둥지를 비울때가 많았어요. 보통 암컷을 불러 먹이를 전달하는데, 불러도 응답이 없으면 둥지로 배달해 줍니다.

viewimage.php?id=2cb3d92be4de&no=24b0d769e1d32ca73fed8efa11d02831f03ea6d0e55e4594cd11f5d00deb424cc9c5cfa82bbfe27a0fae6c5ccb8191b47d34d1fcaaafb1f394074613a93dc62e7f0746ca8d1c10069de02153668cddf472

사진에서 보는것 처럼 수컷은 사냥만해오고 새끼들에게 먹이를 찢어주지 않습니다. 먹이만 던져주고 휙 날라가버립니다.

viewimage.php?id=2cb3d92be4de&no=24b0d769e1d32ca73fed8efa11d02831f03ea6d0e55e4594cd11f5d00deb424cc9c5cfa82bbfe27a0fc30254c68d9bb0feb5b2ab24bdb093edbadf3318096d44c5240d09c71a710ae220af4406d128d44e4d

아직 부리가 약한 색들도 혼자서는 먹이를 먹지 못해요. 그냥 엄마가 올때까지 기다립니다.
황조롱이 육아에서는 암컷의 비중이 큽니다. 따라서 암컷의 능력이 좋을수록 새끼들의 생존률이 올라간다고 해요.

다음 이야기는 육추 후반기입니다.

- dc official App



출처: 동물,기타 갤러리 [원본보기]

추천 비추천

1,345

고정닉 398

26

댓글 영역

전체 리플 0
등록순정렬 기준선택

하단 갤러리 리스트 영역

왼쪽 컨텐츠 영역

갤러리 리스트 영역

갤러리 리스트
번호 제목 글쓴이 작성일 조회 추천
설문 가장 효과적으로 부캐 활용하는 스타는? 운영자 20/08/12 - -
공지 2013년 1월 1일부터 힛갤에 선정되신 분들께 기념품을 드립니다. [278] 운영자 13.01.11 523353 366
공지 힛갤에 등록된 게시물은 방송에 함께 노출될 수 있습니다. [423/1] 운영자 10.05.18 458158 132
15951 내 남친 헬스갤러리 하길래 써본다 - 上,下,후기 [839/1] 실댕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13 56526 909
15950 학생덜...간만에...삼각형 비행기.. 만들어왔다...보구가..,, [228] 애긔늬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13 16145 268
15949 훈련병때 그린 맹금류 2장 [303] IVA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12 23499 389
15948 (스압)롤코타로 지브리-천공의 성 라퓨타 디오라마 만들기 [439] Moon(125.176) 08.12 22943 592
15945 [스압] 야심한 새벽에 사진으로 보는 남미 산책한 이야기 [286] 야구학과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11 28739 184
15944 아곧게임기 레플리카 제작기_완(스압) [493] 핫산테크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11 30818 206
15943 악필의 역사(사진 많음 주의) [629] 이파랑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10 44477 769
15942 2020 KSEF 모토스타배 영암 6시간 내구레이스 참가 후기(스압) [179] 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10 12528 44
15941 (스압,단편) 어디서 많이 본 것 같은 판타지 [587] 앶댖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08 57952 989
15940 [스압] 나의 군대 이야기 (레토나 vs 인간) 제보썰 [543] mask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07 96655 782
15939 경복궁 완전복원 [621] 앑.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07 66523 561
15938 [데이터주의] 문방구 갤에서 놀러왔숩니당.. [388] 펜타쿠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06 38108 651
15937 [스압] 오늘 낚시갔다가 처음만난 새 2마리 소개할게 [229] 프로는운에맡기지않는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06 23037 283
15936 [스압] 귀멸의 칼날 충주 시노부 피규어 만들었다. [551] 딱지굿즈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05 54940 652
15935 [스압] 동물의숲 코스프레 촬영사진 올려봄 ( 후기 ) [539] 레나천사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05 53624 650
15934 [스압] 드디어 올리는 일주일 전 전설적인 남산사진 [320] BF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04 38723 682
15933 [스압] 오버워치 그래피티 트레이서 나무 피규어 [338] LeDong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04 35519 324
15932 8월1일, 귤 디저트카페 물갤점을 오픈합니다. [807] キセキヒカル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03 45298 859
15931 (스압)포켓몬스터 DS 맵, 음악을 직접 만들어봤다 [313] 투타임즈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03 43312 534
15930 ( 념글요청 ) 3달간 빌드한 커수 과정(커수하실 분은 꼭 봐주세요) [862] 흔한전업투자자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01 58573 430
15929 (사진많음)김해시 본시가지 다만들었다 [481] ㅇㅇ(114.201) 07.31 46842 406
15928 DIY텔레 제작기 [219] ㅇㅇ(58.126) 07.31 26111 119
15927 아이유씨 그려봤습니다.(스크래치) [651] bittersweet(115.91) 07.30 72654 1330
15926 꼬창 펀 데이트립 후기. (사진, 스압 주의) [200] FallOu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30 29133 151
15925 데스티니2-타이탄 코스프레 해봤습니다.(Team The Hand) [507] 불량한판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9 32726 277
15924 단편 : 나는 외계인.... [1293] GeunPain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9 88911 1613
15923 종이토이) SD 풀메탈패닉 완성했어요~ [239] 개나리꽃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8 20680 204
15922 스압) 미니어처 디퓨저 디퓨저 제작기 [286] Gomeisa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8 31443 353
15921 20.7.25 용마산 노을 야경 사진 + 타임랩스 [198] 스앟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7 18161 212
15920 [스압]기긱긱기긱ㄱ끾ㄲㄱ기계소녀 그림 tmi [593] OHoo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7 41758 744
15919 중붕이 어제 만든거 자랑.....jpg [833/1] 피자구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5 109528 950
15918 경의중앙선을 뛰어서 정ㅋ벅ㅋ해봄 [498] -_-ㅋ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4 74490 730
15917 무페토지바 디오라마 완성했습니다요 [373] 취미맨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4 30741 463
15916 씹데이터)발철권 후기.gif [395] 네간리얼쑨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3 57924 584
15915 [스압] 태연이 why마카롱 만들었다. [309] 르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3 44996 451
15914 끄아악의 진상손님이 싫은만화 [911] 끄아악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2 88940 1441
15913 네오홍콩 그동안 진행한 작업(※ 이미지 스압 주의) [274] 검은여우(183.102) 07.22 35940 246
15912 지리산 천왕봉 운해 [306] 고정닉산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1 27260 547
15910 비둘기아줌마의 참새와의 20일 [670] 조류성애자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1 59881 1027
15909 형들 이런것도 좋아애?? [419] 고폭파편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0 58014 756
15907 [스압] 탱크로봇종이모형 [303] mmmmm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0 23734 305
15906 7월의 보현산 천문대 (NEOWISE 혜성, 바이크) [368] NRNR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18 30824 589
15905 오전에 77키로 뺀 파린이입니다 [1134/1] 가부리야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17 106440 1610
15904 원목으로 DIY 수채화 팔레트 만들어봄 (움짤용량주의) [240] 뚜벅쵸o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17 33751 465
15903 워해머 터미네이터 채플린 코스프레 해봤습니다 (Team The Hand) [329] 불량한판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16 32465 427
15902 [아라아라] 아즈사 눈나의 그것을 만들었다.jpg [633] 간치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16 53646 1202
15901 [스압] 인근 중학교 교장님 FLEX 썰 [1057/1] 술덬쿠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15 109209 308
15898 [스압] 낚창의 2020년 낚시 이야기 1편 [361] YouGay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15 38794 295
갤러리 내부 검색
전체게시물 정렬 옵션

오른쪽 컨텐츠 영역

이슈줌NEW

1/6

힛(HIT)NEW

그때 그 힛

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