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시인사이드 갤러리

갤러리 이슈박스, 최근방문 갤러리

갤러리 본문 영역

인물 설정 4

ㅇㅇ(125.178) 2018-07-12 09:02:37
조회 107 추천 0 댓글 0
							

🌕🌕은 학원에서 외국어를 가르친다. 

문제라면 🌕🌕은 완전히 토종이라는 것이다.

한 때 이 점은 상대적 열등감에 시달리는 많은 이들의 지지를 받으며

🌕🌕의 유명세에 한 몫을 했다.

🌕🌕의 외국어의 정확성은 왠만한 외국인을 능가하는 수준이다.

외국어 시험이 제도권에 완전히 자리잡으면서 🌕🌕은 승승장구하고 있지만

실제 업계에서 외국어가 어떻게 쓰이고 있으며 

어떤 사람들이 외국어를 자주 쓰고 있는지 모르고 있다.


추천 비추천

0

고정닉 0

0

댓글 영역

전체 리플 0
등록순정렬 기준선택

하단 갤러리 리스트 영역

왼쪽 컨텐츠 영역

갤러리 리스트 영역

갤러리 리스트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설문 연기 잘하는 줄 알았는데 의외로 실망스러운 배우는? 운영자 19/02/18 - -
AD 교보증권해선신규계좌 $2.99 항셍불패 운영자 19/02/03 - -
공지 ☆★☆★알아두면 좋은 맞춤법 공략 103선☆★☆★ [59] 성아(222.107) 09/02/21 32291 39
공지 문학에 관련 사진과 내용을 올려주시기 바랍니다. [84] 운영자 08/01/17 14820 14
164746 너네 듣는 폰이 몇 개임? 디씨=바퀴벌레(61.74) 02/21 8 0
164745 신(神)께 세 질문을 드렸다 ㅇㅇ(124.57) 02/20 8 0
164744 근황 2 뫼르달(49.174) 02/20 11 0
164743 진짜 참신하다 새롭다 하는 소설 추천좀해주세요 [8] 일베충죽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20 41 0
164742 치매를 위한 은유법 지기미(183.99) 02/20 22 0
164741 (단편소설) 김정일 개새끼 해봐 1~4편 쓰는남자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20 19 0
164739 일본어 번역체는 왤케 씹덕 같은거냐 ㅇㅅㅇ(58.121) 02/20 29 0
164737 시제 - 생명과 죽음 초이상주의(218.147) 02/20 29 0
164736 자신감 [1] 호암관(61.97) 02/20 39 0
164735 근황 1 [2] 뫼르달(49.174) 02/20 87 0
164734 높은 곳에 오를 수록 낮은 곳이 그리운건 [1] ㅇㅇ(124.51) 02/20 50 0
164733 딱 글 완성하고 나서가 제일 기분 좋은듯 [2] (210.90) 02/20 75 0
164732 손바닥 초보(223.38) 02/20 52 0
164731 시간이 너무 프리해도 글을 못 쓰겠어 [1] ㅇㅇ(175.215) 02/20 86 0
164730 한국문학예술 상금 없다는데 [1] ㅇㅇ(119.65) 02/20 81 0
164727 영화 아무도 모른다 본 사람 있음? [2] ㅇㅇ(218.54) 02/19 92 0
164725 일본을 찬양했던 친일파 김대중 대통령의 실체 ㅇㅇ(222.98) 02/19 48 0
164724 소설 중에 식물인간 나오는 소설 뭐 있냐 [4] ㅇㅇ(223.62) 02/19 81 0
164722 일본 좋아하고 한국 싫어하는건 성격과 기질의 차이 때문이다 [5] ㅇㅇ(222.98) 02/19 81 1
164721 브릿G에 올린 글입니다. ㅇㅇ(211.215) 02/19 68 0
164720 직장인들 손들어보셈 [9] 유스틸마이넘모원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19 146 0
164719 기독교 소설가 시인 [1] ㅇㅇ(1.251) 02/19 75 0
164718 벗어날수없는 기약을 꿈꾸며 [3] 보리밭(223.62) 02/19 78 0
164717 평가 감사드립니다 [16] 오늘도옌뻤다(175.114) 02/19 167 0
164716 시를 이해하고싶은데 [4] ㅇㅇ(223.62) 02/19 158 0
164715 글 존나 안써진다 [6] gggkgk(118.221) 02/19 86 0
164713 사랑의 정도 아이여리(1.218) 02/19 42 0
164712 함박눈-좋고 나쁨의 공존 [2] 두눈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19 54 0
164710 위대한 갯츠비 영문버전 읽어보신분? [2] ㅇㅇ(173.167) 02/19 56 0
164709 질문) 평론도 예술의 한 갈래라고 할 수 있지 않을까? [8] ㅇㅇ(101.235) 02/19 158 0
164708 친구에게 ㅇㅇ(1.249) 02/19 62 0
164707 야매로 시 씀 [23] ㅇㅇ(58.232) 02/19 417 9
164705 환불이 아닌 상담을 받는다 [1] ㅇㅇ(124.51) 02/18 80 0
164704 시발글존나안써지네 [3] ㅇㅇ(175.215) 02/18 89 0
164702 시집 추천좀 해주세요 [6] @@@(121.124) 02/18 138 0
164701 창비 냈니 얘들아? [2] ㅇㅇ(218.157) 02/18 138 0
164700 픽션 / 누구의 고독이었을까 일기(73.250) 02/18 57 1
164699 그래 결혼하자 ㅇㅇ(223.39) 02/18 57 0
164698 문학집 추천좀요. [1] (223.62) 02/18 70 0
164697 방향타 지기미(121.157) 02/18 49 0
164695 기차. 소나기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18 82 4
164694 글 읽을거 추천좀 [4] ㅇㅇ(182.215) 02/18 81 1
164691 자선사업 외 인류 살 길 없다 니그라토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18 33 0
164690 선의지 악의 무의미(미국 건국 논리) 니그라토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18 32 0
164689 어떻게 살아도 죽어버린다면 결국 제일 중요한 건 사후의 문제다. [1] 니그라토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18 49 0
164688 4차 산업 혁명이 부를 건 인류 대소멸 밖에 없다. [1] 니그라토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18 60 0
164687 [시 연재 22] 스무 살의 마차부 자리 [5] dfdf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18 107 0
164684 나는 너가 궁금해 [1] 1126(115.92) 02/18 111 2
갤러리 내부 검색
전체게시물 정렬 옵션

오른쪽 컨텐츠 영역

개념글 []

/

    이슈줌NEW

    1/6

    뉴스NEW

    1/3

    힛(HIT)NEW

    그때 그 힛

    1/3

    초개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