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시인사이드 갤러리

갤러리 이슈박스, 최근방문 갤러리

갤러리 본문 영역

☆★☆★알아두면 좋은 맞춤법 공략 103선☆★☆★

성아(222.107) 2009-02-21 02:04:20
조회 31458 추천 38 댓글 59
							

안녕하세요. 문갤러 성아입니다.
본격! 공지 올리는 글, 입니다.
공부도 해야 하지만 쉬엄쉬엄 해도 아직 265일이나 남은 수능이 쫓아오는 것도 아닙니다.
그래서 지금 공부하고있는 언어영역 만점을 위한 맞춤법을 올려봤습니다
길이문제인지 용량문제인지 아무튼 한 글에 다 담기지 않으므로 태그를 걸려고 했으나, 거는 법을 몰라서 GG.
주소만 찍- 복사해둡니다.
직접 친건 아닙니다. 하지만 편집 및 리폼은 제가 했습니다. 힘들었습니다.
많이들 헷갈려하시는 부분만 모아놨습니다. 참고하세요.
모두들 열필 하시고 좋은 글 쓰세요.

1번~50번 맞춤법 자세히 보기 - http://gall.dcinside.com/list.php?id=literature&no=15661&page=1

51~102번 맞춤법 자세히 보기 - http://gall.dcinside.com/list.php?id=literature&no=15662&page=1

103번 외래어 표기의 실제 - http://gall.dcinside.com/list.php?id=literature&no=15663&page=1


ctrl + f 의 활용을 생활화 합시다.


1. '되어'와 '돼'의 구분: '돼'는 '되어'의 준말


2. '안'과 '않'의 구분: '안'은 부사이고 '않-'은 용언의 어간임


3. '-할게', '-할걸'인가, '-할께', '-할껄'인가: 소리와 달리 '-할게', '-할걸'로 적음


4. '있다가'와 '이따가'의 구분: 의미에 따른 구분


5. '잇달다'와 '잇따르다'의 구분: 일종의 복수 표준어


6. '-던'과 '-든'의 구분: '-던'은 과거의 뜻, '-든'은 선택의 뜻


7. '-데'와 '-대'의 구분: '-데'는 과거에 직접 경험한 내용임을 표시. '-대'는 남의 말을 전달.


8. '-ㄹ는지'인가, '-ㄹ런지'인가: '-ㄹ는지'가 맞음


9. '하지 마라'인가, '하지 말아라'인가: '하지 마라'가 맞음


10. '그러다'와 '그렇다'의 구분: '그러다'는 동사, '그렇다'는 형용사


11. '부치다'와 '붙이다'의 구분: '붙다'와의 의미적 연관성이 기준


12. '받치다, 받히다, 바치다'의 구분: '-치-'는 강세접사, '-히-'는 피동접사


13. '부딪치다'와 '부딪히다'의 구분: '-치-'는 강세접사, '-히-'는 피동접사


14. '벌이다/벌리다', '늘이다/늘리다'의 구분: 반의 관계를 이용


15. '썩이다'와 '썩히다'의 구분: '속을 썩이다'만 '썩이다', 그 밖에는 '썩히다'


16. '맞추다'와 '맞히다'의 구분: "옳은 답을 대다"라는 뜻일 때에는 '맞히다'


17. '맞는'과 '알맞은'의 구분: '맞다'는 동사, '알맞다, 걸맞다'는 형용사


18. '띠다', '띄다', '떼다'의 구분


19. '어떡해'와 '어떻게'의 구분


20. '체'와 '채'의 구분: '체'는 '체하다'로만 쓰임.


21. '세 살배기'인지 '세 살바기'인지?


22. '제상'인가, '젯상'인가: 양쪽 모두 한자(어)일 때에는 그 사이에 사이시옷을 적지 않음


23. '회집, 장미빛'인가, '횟집, 장밋빛'인가 (말, 값, 국, 길, 빛, 집)


24. '나는'인가, '날으는'인가: '나는'이 맞음


25. 공사 중이니 돌아가 {주십시요, 주십시오}. ☞ '주십시오'가 맞음


26. '아니요'와 '아니오'의 구분: '아니오'는 서술어, '아니요'는 감탄사


27. '-함으로(써)'와 '-하므로'의 구분: '-으로'는 조사, '-(으)므로'는 어미


28. '-로서'와 '-로써'의 구분: '-로서'는 자격, '-로써'는 수단이나 도구


29. '출석률'인가, '출석율'인가: '출석률'이 맞음


30. '가정란'인가, '가정난'인가: '가정란'이 맞음


31. '회계 연도'인가, '회계 년도'인가: '회계 연도'가 맞음


32. '국제 연합'의 줄임말이 '국연'인가, '국련'인가: '국련'이 맞음


33. '머지않아'인가, '멀지 않아'인가: '머지않아'가 맞음


34. '있음/없음'인가, '있슴/없슴'인가? '있사오니/없사오니'인가, '있아오니, 없아오니'인가?


35. '더우기, 일찌기, 오뚜기'인가, '더욱이, 일찍이, 오뚝이'인가: '더욱, 일찍, 오뚝'과의 연관성을 형태상으로 드러내 주는 표기가 맞음


36. '설겆이, 반듯이, 아뭏든, 어떻든'인지 '설거지, 반드시, 아무튼, 어떠튼'인지?


37. '만듦, 이끎'인지 '만듬, 이끔'인지?


38. '며칠'인가, '몇 일'인가: '몇 일'로 적으면 [면닐]이라는 비표준 발음을 인정하게 됨. '한글 맞춤법의 원리' 참조.

39. '뱉었다, 가까워'인지 '뱉았다, 가까와'인지?


40. '생각건대'인가, '생각컨대'인가: 무성음 뒤에서는 '하'가 통째로 탈락되나 유성음 뒤에서는 '하'에서 'ㅏ'만 탈락되고 'ㅎ'은 살아 있음

41. '깨끗이'인지 '깨끗히'인지?

42. '-이에요/-이어요, -예요/-여요'의 구분


43. '아니에요'인지 '아니예요'인지?


44. '머물러, 가졌다'인지 '머물어, 갖었다'인지?


45. '바람'인지 '바램'인지?

46. '흡연을 {삼가, 삼가해} 주십시오.


47. '다르다'인가, '틀리다'인가: "같지 않다"라는 뜻으로 '틀리다'를 쓰면 틀림.


48. '빌다'와 '빌리다'의 구분


49. '자문(諮問)'과 '주책(<主着)': 의미가 변화 중인 단어들


50. '멋장이, 중매장이'인지 '멋쟁이, 중매쟁이'인지?


51. '왠지'인가, '웬지'인가: '왠지'는 '왜인지'가 줄어든 말. '웬'은 관형사.


52. '웃어른'인가, '윗어른'인가: 위와 아래의 대립이 있을 때만 '윗-'으로 씀


53. '하려고'인가, '할려고'인가: '-ㄹ려고'가 아니라 '-려고'가 맞음.


54. '날씨가 개이다'인가, '날씨가 개다'인가: '개다'가 맞음


55. '등(等)', '및'의 띄어쓰기: '등(等)'은 항상 띄어 씀.


56. '-어지다', '-어하다'의 띄어쓰기


57. 숫자 표기의 띄어쓰기: 만 단위로 띄어 씀


58. '회의중'인가, '회의 중'인가: 한 단어로 굳어진 경우가 아니면 '중(中)'을 띄어 씀.


59. '고등 학교, 그 동안, 전라 북도, 솔선 수범, 금수 강산, 태백 산맥, 의존 명사'인지?


60. '안되다/안 되다', '못되다/못 되다', '못하다/못 하다'의 띄어쓰기: 부정문으로 쓰인 경우가 아니면 붙여 씀.


61. '만'의 띄어쓰기


62. '만큼'과 '뿐'의 띄어쓰기: 체언 뒤에서는 조사로 쓰이므로 붙여 씀. '대로'로 마찬가지임.


63. '씨'의 띄어쓰기: 호칭어, 관직명 등은 띄어 씀


64. 성과 이름의 띄어쓰기: 성과 이름, 성과 호 등은 붙여 씀


65. '데'의 띄어쓰기: 띄어 쓰는 의존명사 '데'와 붙여 쓰는 어미 'ㄴ데, ㄴ데도'를 구별해야


66. '바'의 띄어쓰기: 띄어 쓰는 의존명사 '바'와 붙여 쓰는 어미 'ㄴ바'를 구별해야

67. '지'의 띄어쓰기: 띄어 쓰는 의존명사 '지'와 붙여 쓰는 어미 'ㄴ지'를 구별해야


68. '-ㄹ 거야', '-ㄹ 테야'의 띄어쓰기: 띄어 씀


69. '커녕', '라고', '부터', '마는'의 띄어쓰기: 조사이므로 붙여 씀


70. '제(第)'의 띄어쓰기: 접두사이므로 붙여 씀


71. '짜리, 어치'의 띄어쓰기: 접미사이므로 붙여 씀.


72. '상(上), 하(下)'의 띄어쓰기: '상'은 붙여 쓰고 '하'는 띄어 씀.


73. '드리다', '시키다' 등의 띄어쓰기: 접미사이므로 붙여 씀.


74. '녘'의 띄어쓰기


75. '내(內), 외(外), 초(初), 말(末), 백(白)' 등의 띄어쓰기


76. 보조용언의 띄어쓰기


77. '본(本), 귀(貴), 제(諸), 각(各), 대(對), 간(間)' 등의 띄어쓰기


78. '이, 그, 저, 아무, 여러'와 의존명사가 결합한 말의 띄어쓰기: 다음 말 외에는 띄어 씀.


79. 단위를 나타내는 명사의 띄어쓰기: 순서, 연월일, 시각을 나타낼 때나 아라비아숫자 뒤에서는 붙여 씀을 허용함


80. 성명이 아닌 고유명사의 띄어쓰기


81. 전문용어의 띄어쓰기: 붙여 씀을 허용함


82. '결제'와 '결재', '개발'과 '계발'의 구분


83. '돐'인가 '돌'인가, '홀몸'인가 '홑몸'인가


84. '나무꾼'인가 '나뭇꾼'인가: '나무꾼'이 맞음


85. '끼어들기'인가 '끼여들기'인가: '끼어들기'가 맞음


86. '허얘, 허얬다'인가, '허예, 허옜다'인가: '허예, 허옜다'가 맞음


87. '가여운'인가, '가엾은'인가: 복수 표준어


88. '간'인가, '칸'인가: '칸'이 맞음


89. '구절'인가, '귀절'인가: 한자 '句'는 '글귀, 귀글'을 제외하고 모두 '구'로 읽음.


90. '내노라'인가, '내로라'인가: '내로라'가 맞음


91. '깨뜨리고'인가, '깨트리고'인가: 모두 맞음


92. '소고기'인가 '쇠고기'인가, '예'인가 '네'인가: 모두 맞음(복수 표준어)


93. '세째'인가, '셋째'인가: '셋째'가 맞음


94. '깡총깡총'인가, '깡충깡충'인가: '깡충깡충'이 맞음


95. '장고, 흥보가'인가, '장구, 흥부가'인가: '장구, 흥부가'가 맞음


96. '-올시다'인가, '-올습니다'인가: '-올시다'가 맞음

97. '우레'인가, '우뢰'인가: '우레'가 맞음. 고유어를 한자어로 잘못 알고 쓴 예.


98. '짜깁기'인가, '짜집기'인가: '짜깁기'가 맞음


99. '맑다, 맑고'와 '넓다, 넓고'의 발음


100. '납량(納凉)', '담임(擔任)'의 발음


101. '맛있다, 멋있다'의 발음: 복수 발음이 허용됨.


102. '의'의 발음: 비어두에서는 [이] 발음을 허용. 조사 '의'는 [에] 발음을 허용.


103. 외래어 표기의 실제( ㅇ 친 표기가 맞음)


-출처 : 국립 국어 연구원 임동훈


-수정 및 편집 : 디시인사이드 문학갤러리 이성아


ps. 고칠 것 있으면 바로바로 댓글 주세요

추천 비추천

38

고정닉 1

1

댓글 영역

전체 리플 0
등록순정렬 기준선택

하단 갤러리 리스트 영역

왼쪽 컨텐츠 영역

갤러리 리스트 영역

갤러리 리스트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설문 2018년 가장 기억에 남는 이슈는? 운영자 18/12/10 - -
AD [긴급선동!] 배당형 거래소의 단점을 보완한 코아거래소(COAEX)! 운영자 18/11/27 - -
☆★☆★알아두면 좋은 맞춤법 공략 103선☆★☆★ [59] 성아(222.107) 09/02/21 31458 38
공지 문학에 관련 사진과 내용을 올려주시기 바랍니다. [84] 운영자 08/01/17 14514 14
161510 수훈이와 필교 이야기.mail [1] 갸.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2/12 16 0
161508 만약 고딩이 신춘문예 당선이 된다면 [3] ㅇㅇ(1.250) 12/12 110 0
161507 자퇴생의 상념. ㅇㅇ(1.239) 12/12 69 0
161506 신춘문예 말이야 [6] 광대(211.36) 12/12 227 0
161505 대한민국 문학시장 크기는 어느 정도일까 [3] 123123(121.157) 12/12 112 0
161504 그 여자에 대한 기억 -1- 광남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2/12 51 2
161502 시) 고별 걍..(182.172) 12/11 48 0
161501 매연 걸레 [2] 22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2/11 97 0
161500 신춘문예 탈락이 기쁜 이유 [8] 인생은연극(58.143) 12/11 254 4
161499 중3 시써봣다 [2] ㅇㅇ(175.215) 12/11 84 2
161498 ★ 모든 것은 내 자신에 달려 있다 - 김구 - [1] ㅇㅇ(124.50) 12/11 97 5
161497 아니 문보영 유튜브 천따리다 어쩐다 해서 뭐 문학채널이라도 하나 했네 ㅇㅇ(14.56) 12/11 104 0
161496 이번에 젊은작가상 받은 박민정 어떻게 생각하냐? [2] ㅇㅇ(121.147) 12/11 193 0
161494 신춘 본선 통보 어떻게 해주냐 [4] ㅇㅇ(223.39) 12/11 246 0
161492 여태껏 신춘문예 당선 최연소가 몇 살이냐 [8] ㅇㅇ(223.62) 12/11 250 0
161491 밑에 당선소감 쓴 놈은 봐라 [22] dd(125.178) 12/11 349 0
161490 신춘문예 당선소감 써봣는데 어때? [8] Whqvqhq(122.47) 12/11 233 0
161489 왼손 필기 질문 [1] ㅇㅇ(61.74) 12/11 61 0
161488 문단의 총아 문보영 유투브 조회수 1000을 못넘기더라 [2] ㅇㅇ(117.111) 12/11 199 0
161487 야한소설추천좀 ㅇㅇ(175.223) 12/11 31 0
161486 투잡으로 소설가랑 스트리머 생각하는데 [4] 123123(121.157) 12/11 155 0
161485 그래도 1년 전보단 ㅋㅋㅋ(175.223) 12/11 124 1
161484 예심기사를 훑으며 내가 낸 글을 다시 볼 때 ㅇㅇ(211.109) 12/11 165 0
161482 동아 최근 당선작 중엔 2017년이 젤 난듯 [3] ㅇㅇ(223.33) 12/11 360 0
161481 이렇게나 ㅇㅇ(222.109) 12/11 78 1
161479 동아 희곡 본심 갔다 [6] ㅇㅇ(223.62) 12/11 335 0
161478 맥주 빨고 퇴고 하고 있다. [2] sadsa(122.47) 12/11 130 0
161477 서울신문은 [1] (14.39) 12/11 196 0
161476 사주팔자 앱 보니까 19일 운세가 이렇게뜨더라고 [5] ㅇㅇ(210.125) 12/11 192 3
161475 동아 당선작 우따 [9] Abqhq(122.47) 12/11 367 0
161474 님들은 무엇 때문에 글을 씀? [5] ㅇㅇ(223.194) 12/11 147 0
161473 신춘 비판하는 사람들 특) [3] ㅇㅇ(183.96) 12/11 209 0
161472 사회비판을 하려면 좀 잘해야지 태반은 떨어져도 할말없어 ㅇㅇ(210.125) 12/11 70 0
161470 사회비판이 대수냐? [1] Abqhq(122.47) 12/11 91 0
161469 부산 조선은 예심 아직이냐 [7] Abqhq(122.47) 12/11 215 0
161468 몇몇 역겨운 문갤 방구석 시인들이 역겹다. [3] 중2병(117.111) 12/11 125 1
161466 창작글, 문득 사랑에 대해 [1] 글쓰는건취미(223.38) 12/11 102 0
161464 동아 예심기사 떴네 [32] ㅇㅇ(110.70) 12/11 681 0
161462 신춘문예는 분량 정해놓은거부터 좆나 씹에바아니냐?ㅋㅋ [8] ㅇㅇ(220.83) 12/11 242 0
161461 어줍잖은 실력으로 시 쓰는 사람들한테 답답해서 한마디 한다 [38] ㅇㅇ(123.214) 12/11 458 3
161459 요즘 느낀 생각인데 [2] ㅇㅇ(121.179) 12/10 195 3
161458 근래 본 것 중에서 가장 충격적.jpg [12] ㅇㅇ(1.247) 12/10 448 6
161457 귀천이 없어진다면 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2/10 80 2
161456 전무후무한 예술가 ㅇㅇ(116.41) 12/10 108 1
161455 이번 신춘문예 떨어지면 문학 접는다 ㅅㄱ [7] ㅇㅇㅇ(118.36) 12/10 336 0
161454 뭐든지 읽는습관을 들이는건 좋은듯 ㅇㅇ(175.214) 12/10 74 1
161453 오스카 와일드 [1] ㅇㅇ(113.59) 12/10 113 0
161452 지방 신문에 내는ㅂㅅ들도 다 있네 [22] ㅇㅇ(211.36) 12/10 429 1
갤러리 내부 검색
전체게시물 정렬 옵션

오른쪽 컨텐츠 영역

개념글 []

/

    이슈줌NEW

    1/6

    뉴스NEW

    1/3

    힛(HIT)NEW

    그때 그 힛

    1/3

    초개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