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시인사이드 갤러리

초개념 갤러리

갤러리 이슈박스, 최근방문 갤러리

갤러리 본문 영역

공포겜 연재) Visage - 1

프프픞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020.02.18 10:00:02
조회 8963 추천 72 댓글 62



Visage는 얼리엑세스 단계인 공포겜이야


얼리엑세스라 어딘가 엉성한 부분이 있긴 하지만 연출을 통한 공포감 조성은 개쩌는 겜이니

공포겜 좋아하는 중붕이는 한번쯤 플레이해보는 것도 좋을거 같다


재밌게 봐주면 고마울거야

불 하나 켜진 어두운 방에서 총을 장전하고 있는 남자.

왠지 모를 불안감과 함께, 어디선가 신음 소리가 들려오는데..

맙소사, 남자의 앞에 묶여있는 한 여자..

아까부터 들려오던 의문의 신음과 울음소리는 이 여자가 낸 것으로 보인다.

묶인 채로 저항도 못 한 채 총을 맞고 쓰러지고마는 여자.

그런데, 아직 울음소리는 멈추지 않는다.

아직 묶여있는 사람이 더 있는 것으로 보인다..

여자를 죽인 뒤, 아직 어린 나이로 보이는 남자아이와 여자아이를 차례로 죽인 남자..


그리곤 결심한 듯 자신의 턱에 총을 받치곤 쏴버리고 마는데..


이들에겐 대체 어떤 일이 있던 것일까.



끔찍한 참사 후에, 어두운 독방에서 일어난 남자.

문을 열고 나간 뒤 보이는 풍경은 꽤 넓어보이는 집이었는데...


티비에서 공포영화 소개해주는 것처럼 쓰고 싶었는데 잘 써졌는지 모르겠다.

아무튼 여기서부터 게임이 시작돼.

바로 앞에 인터폰이 울려서 받으면, 녹음된 음성이 재생돼.


"안녕하세요 드웨인씨. 로즈에요. 이웃에 사는..

지금 시간이 늦었고 내가 조그마한 일에도 너무 신경 쓴다는걸 나도 알아요.

이 점에 대해 미안해요. 하지만 조금 걱정이 되네요.

3주 정도 당신이 집 밖으로 나온 걸 본 적이 없어요.

괜찮은건지 한 번 전화 줄 수 있나요. 좋아요, 그럼 안녕히."


대충 이웃이 집 밖으로 안 나오는 주인공을 걱정하는 내용이야.

직접적이든 간접적이든 인트로에서 나온 참사와 관련이 있어보이지.

이 겜은 암네시아처럼 어둠에 오래 노출되면 정신력이 깎여.

정신력이 깎이면 문이 저절로 닫힌다거나 전등이 고장나는 등 여러 이상현상이 생기게 돼.

게임이 뭐 어떤걸 해야되는지 큰 목표를 주지 않아서 집 여러 곳을 돌아다니면서 템을 모아야되는데,

게임 진행에 필수적인 아이템이랑 진행을 도와주는 템들이 있어.


메모엔

"차고 열쇠 찾고 있어?

항상 그렇듯이 아마 세탁실에 있는 청바지 주머니에 있을거야.

감사는 나중에 해도 돼, 자기."

라고 쓰여있어.


위 짤처럼 열쇠가 어딨는지 알려주는 메모같은 경우는 진행에 필수적인 아이템이고

라이터나 약은 진행에 필수적이진 않지만 빛을 비춰주거나 정신력을 회복시켜주는 등 게임 진행을 더 편하게 해줘.

방금 말했다시피 게임이 목표를 정해주지 않아서 좀 헤맬 순 있는데

특정 아이템을 찾으면 그 아이템에 맞는 챕터를 시작할 수 있어.

2층 방문에 붙어있는 판다 그림을 집으면 챕터가 시작돼.

이번에 진행할 챕터는 "루시의 챕터 - 은밀한 친구"야.

판다 그림이 붙어있던 방문을 열면 어린아이의 방으로 보이는 곳이 나타나.

곳곳엔 인형이 널브러져있고 벽면엔 그림이 몇장 걸려있지.

옷장을 열면 여자아이가 검은 형체와 벽면을 노크하며 노는 그림이 나타나는데..

그림처럼 벽에 노크를 하면 불이 깜빡거리면서 다시 노크 소리가 들려와.

분명 집 안엔 주인공밖에 없을텐데 말이지.

의문의 노크 소리를 뒤로 하고 2층의 다른 방으로 가보자.

화장실에서 알약 획득.

알약 먹고 오니까 2층 복도에 원래 없었던 인형이랑 그림이 생겨났어.

그림은 곰인데 놓여진 인형은 토끼라.. 인형을 바꿔놔야 되나싶었는데

뭐 특별한 상호작용이 없어서 넘어갔어.

2층은 대충 다 살펴본 거 같아서 1층으로 내려가려니까..

복도 끝에서 불이 깜빡거렸어.

뭐 있나싶어서 가봤는데 아무것도 없더라. 그냥 공포감을 위한 연출인 듯.

1층으로 내려가보면, 원래 잠겨있었던 문이 열려있어.

이거 못 봐서 1층이랑 2층 엄청 뺑뺑이 돌았어..

세탁실에 열쇠 있다는 메모 보고 세탁실도 찾아다녔는데 세탁실로 보이는 곳은 없더라.

아니 뭐 방 구조가 바뀌거나 하면 알려줘야지 이건 좀 불친절했어.

아오오니도 문 열리는건 알려주는데

저 열린 문으로 들어가면 티비가 켜져있는 방이 나와.

방문 왼쪽 서랍장에서 지하실 열쇠 획득.

열쇠도 먹었겠다 지하실로 가려는데 갑자기 꺼진 불과 바뀐 TV화면.

좀 놀램.

TV에선 축음기가 놓인 방과 화면을 주시하는 여자가 나오고 있어.

누가 봐도 귀신.

오른쪽에 문이 있긴하지만 잠겨있어서 열리지 않아.

일단 축음기가 있는 방을 찾아야 할 듯.

지하실 열쇠는 먹었으니 지하실 가기 전에 2층 한번 들러보기로 했어.

2층 방에서 전기 기호가 달린 열쇠 획득.

같은 방에 금고도 있긴한데 아직 못 여는 거 같다.


일단 소득이 있으니 지하실로 가보자.

전기 기호 달린 열쇠도 아직 쓸 수 있는 곳은 없는 듯.

1층에서 지하실 열쇠를 쓰면 부엌이 나와. 왜지

그리고 부엌에서 다시 지하실 열쇠를 쓰면 그제서야 지하실로 가는 계단이 나와.

부엌을 가기 전에 2층에서 아이템 먹은 적이 있으니,

이번에도 지하실로 내려가기전에 부엌을 좀 둘러보기로 했어.

왼편에 복도가 있으니 복도로 가보자.

그러면 완전 초반에 메모에 써져 있던 세탁실을 들어갈 수 있어.

차고 열쇠 획득.

차고도 가까이에 있길래 가봤는데 라이터같은 템 말고는 뭐 없더라.

이제 지하실로 가보자.

지하실로 가면 TV 속에 나왔던 바로 그 방이 나와.

축음기가 놓여있던 그 방말이지.

화면 속에 나왔던 귀신도 아마 가까이에 있을거야.

위에 움짤 보면 중간에 뭐 하얗게 반짝이는데 그거 카메라야.

왜인진 몰라도 한 방향으로 계속 플래시를 터뜨리고 있더라.

집어서 그 방향 그대로 플래시 터뜨리니까 맨 눈으론 볼 수 없던 그림이 나와.

처음에 어린아이 방에서 봤던 그림과 비슷해.


복도를 따라가면서 계속 플래시를 터뜨려봤어.

어린아이방에서 봤던 검은 형체가 여기에도 그려져있어.

검은 선도 보이고..

검은 선을 따라가면서 계속 사진을 찍어봤어.

화살표와 문 그림..

대충 우측에 문이 있는걸로 보여.

그래서 오른쪽을 향해 사진을 찍어봤더니..


뭔가 있어.


가까이 가봤더니 쫓아와ㅋㅋㅋ..

존나 무서워서 여기서 껐음


아마 얘가 루시인 듯.

뒷걸음질치면서 사진 찍으니까 사라지더라.

근데 또 찍으니까 나타남ㅋㅋㅋㅋㅋㅋ

여기서 2차 종료.

아 진짜 엄청 무서웠어

도망가니까 또 사라져서

아까 그 검은 선을 따라가보기로 했어.

검은 선은 지하실 복도를 지나

부엌을 거쳐

2층으로 올라갔어.

계단에는 그 검은 형체가 그려져있고.

계속 검은 형체라 할 순 없으니 깜둥이라고 하자.

검은 선을 따라서 방에 들어가보면

깜둥이가 환영인사를 해줘.

이거 그림 처음 볼 때 꽈앙~!하면서 브금 나와.

그림은 안 무서웠는데 브금이 무서웠음.

2층은 깜둥이 그림말고는 뭐 없었어.

1층에 붉은 빛 나길래 내려갈려고 했는데 루시가 튀어나옴.

좀 도망치다가 1층으로 내려갔어.

붉은 빛은 지하실로 가는 문에서 났는데..

문 너머 풍경은 지하실이라고 보기 어려운 곳이었어..



출처: 중세게임 갤러리 [원본보기]

추천 비추천

72

고정닉 42

2

댓글 영역

전체 리플 0
등록순정렬 기준선택

하단 갤러리 리스트 영역

왼쪽 컨텐츠 영역

갤러리 리스트 영역

갤러리 리스트
번호 제목 글쓴이 작성일 조회 추천
설문 '이래서 리더쉽이 뛰어나구나' 학생회장 출신 연예인은? 운영자 20.03.31 - -
이슈 월간디시 4월호 : 삼성행 열차가 들어오고 있습니다 운영자 20.03.31 - -
212147 [구갤] 주말맞이 맥반석 계란 보구가 [14] ㅇㅇ(221.163) 03.31 3404 51
212144 [돌갤] 울 첫째도 보고가 [42] 100RURI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3.31 2761 27
212143 [동갤] 다시 쓰는 성지순례기 - 스와대사 카미샤 혼미야 [23] 초핫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3.31 1803 34
212142 [과빵] 트레이더스 흑임자맘모스 바로 사서 먹어봤어요 [8] ㅇㅇ(125.177) 03.31 3482 20
212141 [카연] 여장용사전기 5화 - 환복 [35] 쯔모땅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3.31 5177 63
212140 [기음] 제주도에서 먹은 인생 양꼬치 [25] ㅇㅇ(118.44) 03.31 3517 21
212139 [건갤] 옳게 된 모빌슈트...jpg [18] ㅇㅇ(112.146) 03.31 3074 37
212138 [미갤] 정동원 [42] ㅇㅇ(106.102) 03.31 2432 101
212137 [엠갤] 200331 고화질 모음집 1 [10] 고화질봇4호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3.31 1924 41
212136 [동기] 친칠라보고가 [48] ㅇㅇ(119.194) 03.31 2955 72
212135 [포갤] 전 스완즈 보컬 자르보에 관한 이야기 [5] ㅇㅇ(93.104) 03.31 781 19
212134 [냥갤] 고양이가 다리위에올라오면 [25] 옥림이 아조시(119.64) 03.31 3536 137
212133 [엠갤] [앚 버전] 뷔페집을 가면 흔히 볼수있는 풍경.gif [99] 농마타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3.31 7055 143
212132 [토갤] Rg에바 도색했엉 [36] 육도선생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3.31 2288 33
212131 [미갤] 어제의 카오스나이트 도색 [13] 사암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3.31 1145 16
212130 [겨갤] 이두나르 옷.. [31] 이거어케하는거지(58.232) 03.31 1581 75
212129 [차갤] 왔다 [33] Trion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3.31 1860 12
212127 [연뮤] ㅃㅃ주의)외쳐조선 보고 용십주/자모에 치였어ㅠ [46] ㅇㅇ(58.124) 03.31 1335 29
212126 [냥갤] [천사네] 조카와 갑돌 [38] 천사네칠둥이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3.31 1902 119
212125 [심갤] 스빌 망한 동네같은 느낌 너무 좋음 [10] ㅇㅇ(118.176) 03.31 2279 31
212124 [토갤] 건베 플스 새턴 프라 ㅆㅂㅋㅋㅋㅋㅋㅋㅋㅋㅋ [18] sim981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3.31 2092 30
212123 [중갤] FPS겜에서 총이름이 이상한 이유 (재업 [149] MaZE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3.31 22841 106
212122 [필갤] [구도] 밴뒹 머-신 [4] 엘산나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3.31 1472 14
212121 [포갤] 대충 일사분기 괜찮았던 앨범들 (유튭 많음) [11] 핑크프로이트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3.31 967 23
212120 [미갤] 이찬또는 뽀샵질을 부르네 [57] 예뻐서(211.243) 03.31 4107 171
212119 [바갤] 아 욕 나온다 [29] Denver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3.31 2415 32
212118 [하갤] 금스타 [8] ㅇㅇ(125.143) 03.31 1198 28
212117 [바갤] 대충 살펴보는 바이크 브랜드별 기종 1. 믿음의 혼다 [48] 팬더를팬다음판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3.31 2193 45
212116 [심갤] 걍 기숙사랑 아파트 인테리어한거 [11] daw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3.31 2044 28
212115 [민갤] 0331 화요일아침& 57분날씨정보.gif [13] 57분날씨정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3.31 1480 17
212114 [겨갤] 언니. 잠깐 손 좀 내밀어볼래?? [48] 우dong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3.31 2457 77
212113 [기음] 양꼬치 [17] 후추추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3.31 2310 20
212112 [모갤] 동물의 숲.. 어둠의 닌텐도ㄷㄷㄷㄷ.jpg [156] ㅇㅇ(59.1) 03.31 17624 429
212111 [U갤] 하빕의 수호천사 [16] ㅇㅇ(175.223) 03.31 1269 60
212110 [필갤] (스압, 용량) 여행사진 2번째 현상이예욧 [4] 필카뉴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3.31 604 10
212109 [차갤] 야차같은놈 [16] 레몬룽고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3.31 1109 16
212108 [차갤] 제가 스콘 만드는 과정 써봄요 [21] 미친새기(61.79) 03.31 1772 38
212107 [키갤] 꼴) 부산 바닷가와 벚꽃 배경 사진들 [15] 롯데 자이언츠(175.223) 03.31 1871 41
212106 [겨갤] 착한련콘으로 메박 포카 다 뽑음 [61] QAoA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3.31 2621 93
212105 [도갤] 여친 뿅가게할 청주 카페거리 ㅇㅇ 추천한다 ㅇㅇ [28] ㅇㅇ(1.246) 03.31 3276 27
212104 [여갤] 2020년 은하수 여행-구둔역 [1] 놀러옴(175.198) 03.31 783 20
212103 [하갤] 희재는 궁금했어, 빨래는 어디로 갔을까? [5] ㅇㅇ(125.188) 03.31 1471 30
212102 [멍갤] 개셔널 지오그래픽 (사진압박) 올리본다 [41] 개집사(182.227) 03.31 2024 57
212101 [모갤] 오작 간단한 무장 2 [16] 애긔늬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3.31 1321 27
212100 [필갤] [구도] 수동 입문작~^^ [2] 공원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3.31 699 10
212099 [겨갤] 거짓말쟁이 엘사.jpg [46] ㅇㅂ(210.205) 03.31 2251 71
212098 [엠갤] [초장문] 아이즈원 꽃 3부작 분석 3-2. 피에스타 MV [23] 아가시바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3.31 1886 70
212097 [건갤] 연방이 지온에 이긴 이유가 뭔지 암? [28] ㅇㅇ(222.116) 03.31 1479 36
212096 [미갤] 찬또 어깨는 형님들 공공재 [47] OREE3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3.31 4030 204
212095 [중갤] 어쌔신크리드 오리진의 간단한 소개글 [153] 어쌔신크리드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3.31 16552 41
갤러리 내부 검색
전체게시물 정렬 옵션

오른쪽 컨텐츠 영역

개념글 []

/

    이슈줌NEW

    1/6

    뉴스NEW

    1/3

    힛(HIT)NEW

    그때 그 힛

    1/3

    초개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