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시인사이드 갤러리

갤러리 이슈박스, 최근방문 갤러리

갤러리 본문 영역

185개 대학서 교수 1021명 참여

ㅇㅇ(219.241) 2019.09.16 23:38:38
조회 164 추천 21 댓글 3
							








“조국 법무부장관 임명으로 사회정의와 윤리가 무너졌다 !!”


다수 국민의 열망과는 달리, 마침내 문재인 대통령이 온갖 편법과 비리로 큰 의혹을 받고 있는 조국 지명자를 법무부 장관에 임명하였다. 지금 우리는 대한민국의 사회정의와 윤리가 무너지는 것을 목도하고 있다.


문재인 대통령은 국민에게 “기회는 균등하며, 과정은 공정하고, 결과는 정의로울 것”이라고 약속하였다. 문재인 정부가 내세운 이 슬로건으로 많은 국민이 크게 위로를 받았다. 나아가 산업화와 민주화에 성공한 대한민국이 이제는 평등하고, 공정하며 또한 정의로운 나라가 되어 자랑스런 국가가 되리라 기대하였다. 그러나 지위를 이용하여 사모 펀드를 운용하는 등 온갖 비리의 의혹을 받고 있고, 그 부인은 자녀 대학원 입학을 위한 문서위조 혐의로 기소까지 되었음에도 불구하고, 문재인 대통령은 조국교수를 국민이 법을 지키도록 선도해야 할 법무부 장관에 임명함으로써 사회정의와 윤리를 무너뜨렸다.


기회는 균등할 것이라 했는데, 조국교수 부부는 자신의 지위와 인맥을 이용하여 대학교 관련 기관에서 쇼핑하듯 부정직하게 스펙을 쌓아 자녀를 대학과 대학원에 입학시켰으며, 50억 이상의 재산을 가진 서울대 교수 자녀이면서도 과도한 장학금을 받도록 하였다. 과정은 공정할 것이라 하였는데, 조국교수는 딸이 불과 2주의 인턴 생활로 국제학술지 수준의 논문에 제1저자가 되도록 하였다. 이는 오랫동안 연구 생활에 종사하는 교수의 입장에서는 말이 안 되는 것이며, 수년간 피땀을 흘려서 논문을 쓰는 석박사 과정의 학생들을 조롱하는 것이다.


부인과 자녀에게 드러난 비리에 대해 다른 사람에게 책임을 돌리고, 심지어는 부인과 자녀에 대한 일들도 그들이 책임질 일이라고 하면서 자신에게는 아무 문제가 없다고 강변하는 불의하면서도 비윤리적인 모습을 보였다. 결과는 정의로울 것이라 했는데, 그럼에도 불구하고 조국교수는 법무부 장관에 임명되었다. 법무부 장관에 임명된 이후 자신을 수사하고 있는 검찰을 향해 개혁하겠다고 주장하고 있다. 이러한 상황은 자신의 가족을 수사하는 검찰이 정의로운 조사를 하지 못하도록 하는 결과를 낳는다.


이번 사태에 힘없는 서민들과 청년들은 심각하게 불평등하고 불공정하며, 불의한 이 나라에 크게 좌절감을 느끼며 분노하고 있다. 또한 이번 사태는 특권층이 자신의 지위와 권력을 이용하여 온갖 편법적인 일을 서슴지 않고 행한 후에, 죄책감도 없이 뻔뻔하게 자신의 주장을 할 수 있다는 선례를 만들었다.


우리는 조국교수가 법무부 장관이 됨으로써 발생할 심각한 사태를 우려한다. 자신의 특권과 기득권은 조금도 양보하지 않고 오히려 편법적으로 활용하는 자가 고위 공직에 적임자라 주장하는 근거는 무엇일까? 일반 국민들이 생각하는 사회정의 및 윤리와 맞지 않은 생각을 가진 자가 주장하는 개혁의 사명이란 과연 무엇일까? 내심으로 여전히 사회주의를 신봉하는 자가 도대체 무엇을 개혁하겠다는 말인가? 자신의 가족조차 갈라치기를 하며, 대다수 국민의 민의를 무시하고 특정 집단끼리 옹호하며 자축하는 그들만의 목적은 과연 무엇일까? 이번 사태가 앞으로 밀어닥칠 수많은 불법의 시발점인 것 같아 매우 우려된다. 다양한 생각과 주장이 존재함에도 사회정의와 윤리가 살아있으면 균형을 맞출 수 있지만, 사회정의와 윤리가 무너지면 국가권력에 대하여 민심은 이반되고 심각한 사회 갈등이 발생하여 나라는 큰 혼란에 빠질 수밖에 없다.


그래서 우리는 문재인 대통령에게 초심으로 돌아가서, 대한민국이 “기회는 평등하고 과정은 공정하며 결과는 정의로운 나라”가 되게 해 줄 것을 요청한다. 문재인 대통령은 수많은 비리를 가지고 국민의 마음을 낙망하게 만든 조국 대신에 사회정의와 윤리를 세우며 국민적 동의를 받을 수 있는 새로운 사람을 법무부장관으로 조속히 임명할 것을 강력히 요청한다. 만약 조국 법무부 장관이 교체되지 않으면, 국민의 마음은 신속히 현 정부에 대한 기대에서 분노로 바뀔 것이다. 그럴 경우, 우리는 이러한 국민의 마음을 모아서 강력한 반대를 행동으로 나타낼 것을 엄중히 천명한다.


2019. 9. 12.


사회정의를 바라는 전국교수모임 (정교모)



전국 1000여 명의 전·현직 대학교수들이 조국(54) 법무부 장관 교체를 요구하는 시국선언문에 서명한 것으로 확인됐다. 이번 시국선언은 조 장관 임명 직전인 지난 5일 교수 200여명이 후보자 지명 철회를 요구한 시국선언을 발표한 것과는 별도로 진행되고 있다.


이어 "이번 사태에 힘없는 서민들과 청년들은 심각하게 불평등하고 불공정하며, 불의한 이 나라에 크게 좌절감을 느끼며 분노하고 있다"라며 "이번 사태는 특권층이 자신의 지위와 권력을 이용해 온갖 편법적인 일을 서슴지 않고 행한 후에 죄책감도 없이 뻔뻔하게 자신의 주장을 할 수 있다는 선례를 만들었다"고 설명했다.


시국선언서 초안에서 정교모는 “지금 우리는 대한민국의 사회정의와 윤리가 무너지는 것을 목도하고 있다”고 비판했다. 이 단체는 “만약 조 장관이 교체되지 않으면, 국민의 마음은 신속히 현 정부에 대한 기대에서 분노로 바뀔 것”이라고 주장했다. 이 단체는 서명자가 1000명을 돌파할 것으로 예상되는 오는 18일이나 19일쯤 청와대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시국선언을 공식 발표할 예정이다.




MBC뉴스


문재인 대통령의 국정운영에 대해 잘못하고 있다는 부정 평가는 51.7%, 잘하고 있다는 긍정 평가는 44.5%였습니다.


연령별로는 20대와 50대의 지지도가 하락해 30대와 40대를 제외한 모든 연령대에서 부정 평가가 더 높았습니다.




추천 비추천

21

고정닉 1

0

댓글 영역

전체 리플 0
등록순정렬 기준선택

하단 갤러리 리스트 영역

왼쪽 컨텐츠 영역

갤러리 리스트 영역

갤러리 리스트
번호 제목 글쓴이 작성일 조회 추천
설문 ‘연금급’ 노래 있어서 가장 부러운 스타는? 운영자 19.10.16 - -
공지 ■□■□■□■□안철수 프로필,의정활동■□■□■□■□ [120] DC찰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7.06.01 43713 796
공지 안철수 관련 내용이 있어야 합니다. [63] 운영자 17.05.11 61937 146
공지 안철수 마이너 갤러리 승격 안내 [132] 운영자 17.05.11 82274 362
690178 이준석 징계, 유승민계 빨리 짐싸라는 의미 봄빛깔(121.188) 23:24 26 0
690177 지금 이준석 직위해제로 바당계랑 친안계 이간질하는새끼들 다 문베충맞지?? 문ㅆ재ㅅ앙ㄲ★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3:01 46 2
690175 김성환37% 강연재12% 안철수 39% 안철수 당선 ㅇㅇㅇㅇ(39.7) 22:49 39 2
690174 바른계 새끼들 나간다 으름장만 놓고 좆나 간잽이마냥 간만 쳐 보니까 [1] ㅇㅇㅇㅇ(39.7) 22:43 39 6
690173 어차피 대안신당과 합치면 최고위해체해야함 민화(118.221) 22:39 21 0
690172 바른미래 윤리위, 이준석 직위해제…최고위원·지역위원장 상실 [10] ㅇㅇ(220.84) 22:34 93 13
690171 잘가 ㅋ [3] ㅇㅇ(183.100) 22:32 57 6
690170 간줌마들이 존나 빨아대던 서울대 총장ㅋㅋㅋㅋ ㅇㅇ(223.33) 21:57 68 1
690166 차기 대선주자 수도권 지지도ㅡ안철수야권 2위 [4] ㅇㅇ(39.7) 17:06 199 8
690162 문재인 지지율 - 30%대 추락 [1] ㅇㅇ(219.241) 13:17 83 8
690161 유니클로 "맙소사. 80년도 더 된 일을 기억하냐고" ㅇㅇ(219.241) 12:13 80 1
690160 평양 경기는 누구 대가리에서 나온거야 ㅇㅇ(223.33) 10:33 21 0
690159 민주당 당원도 아닌데 문자 또 옴. 칙칙폭폭 기차 여행 가잔다 [10] ⛵핫뉴스레이터(106.102) 10:09 63 2
690158 윤석열의 mb정권발언에 화들짝 놀란이유 조국은 임자없는 배(125.180) 08:32 71 4
690157 윤청검은 헛점은 총제적 권리보다 여론 형성에 미칠 사안을 지나치게 우려한 [3] ⛵핫뉴스레이터(106.102) 08:06 23 0
690156 유시민 방송이 뭔 희롱을 했다고? ㅋㅋㅋ호감이라는 어원이 성에서 유착된 [4] ⛵핫뉴스레이터(106.102) 08:02 32 0
690155 윤석열이 고소취하하면 꿀리는 게 있어서라고 소설 ㅇㅇ(112.157) 07:57 33 6
690154 '우리 일본'을 외치는 얼담이 있는 한국당은 얼터당토. 자한당이 맞는 표 [2] ⛵핫뉴스레이터(106.102) 07:56 13 0
690153 윤석열과 동갑인 어떤 분의 비루함 ㅋ [1] 조국은 임자없는 배(125.180) 07:35 63 4
690152 검찰을 길들이려한 한걸레에 대한 윤석열의 답변 [2] 조국은 임자없는 배(125.180) 07:13 63 10
690151 MB라인을 뽑은 조국과 문재인.ㅋㅋ 조국은 임자없는 배(125.180) 07:03 40 2
690150 쿨가이 윤석열에게 전전긍긍하는 문빠들 헤헤 조국은 임자없는 배(125.180) 02:32 52 7
690148 문재인의 검찰개혁의 허구성 조국은 임자없는 배(125.180) 02:15 24 3
690144 문베충들이 윤석열도 mb라인으로 몰아가기 양념질할듯 [1] ㅇㅇ(223.38) 00:29 38 0
690143 고똥! (119.204) 10.17 14 0
690140 찾았다 저 안개 속에서 진실을 알리라 ㅡO.S.T [4] 디시 리얼 다이얼(106.102) 10.17 24 0
690139 오늘 저녁부터 또 클릭 먹히는 속도가 10배 느려터진다 꼬동이 갤(106.102) 10.17 20 0
690138 찰군 특징.fact ㅇㅇ(223.62) 10.17 111 4
690137 내가 참 안개를 좋아해 꼬동이 갤(106.102) 10.17 27 0
690136 저 안개 속에서 진실을 알리라 [2] 안철수 동생(106.102) 10.17 30 0
690135 대가리가 똑똑한 인간은 절대 문베가 될 수 없다 [4] 찰군 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7 131 21
690134 오늘밤 고똥 스케줄 (119.204) 10.17 22 0
690133 이명박 자한당 댓글 조작 부대 사건 은폐 분노해서 [1] ㅇㅇ(121.139) 10.17 34 0
690132 윤석렬 미친새끼가 MB가 검찰 독립 보장해줬단다 ㅋㅋㅋㅋ [2] ㅇㅇ(121.139) 10.17 95 2
690131 찰스예언)삼성페이 24%·제로페이 0.01% 사용… 官주도 경제 '실패' [5] 구루메탐방러(220.121) 10.17 131 14
690130 안철수 아마추어마라토너로 전직함? ㅇㅇ(182.231) 10.17 39 1
690128 언제나 출발선에 다시서는 갤주!! [12] real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7 214 23
690125 갤주 예언 영상 보고 든 생각 [11] 안낙킨 스카이워커(106.247) 10.17 153 22
690114 지하철인데 지금 내 앞에 이준석 있다 !?! ㅇ.ㅇ 띠용~ [9] 탱자 얼!~쑤!~(106.102) 10.17 130 1
690112 매일 내 글을 전부 삭제하는 도둑년이 있는데 헤이샤년이 그년이다 알립니다(106.102) 10.17 19 0
690111 민주당 명을 받고 여기서 기웃거리는 버리지들아.. ㅇㅇ(163.152) 10.17 31 5
690110 윤석열, 후안무치하다 [2] 봄빛깔(121.188) 10.17 64 5
690107 잘하면 이준석은 내년 총선에 금뱃지 달겠다 [1] ㅇㅇ(223.38) 10.17 126 2
690105 황교안이 유승민 러브콜에 대답했네 [1] ㅇㅇ(112.149) 10.17 125 7
690102 솔직히 말을해서 손학규.안철수.유승민 다 망했지. [1] 한국미래(118.221) 10.17 50 0
690099 여기 갤 좆망했네 [3] ㅇㅇ(175.223) 10.17 68 4
690096 표창장에, 인턴증명서에, 입원증명서까지... [1] ㅇㅇ(175.117) 10.17 61 5
갤러리 내부 검색
전체게시물 정렬 옵션

오른쪽 컨텐츠 영역

개념글 []

/

    이슈줌NEW

    1/6

    뉴스NEW

    1/3

    힛(HIT)NEW

    그때 그 힛

    1/3

    초개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