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시인사이드 갤러리

갤러리 이슈박스, 최근방문 갤러리

갤러리 본문 영역

234개 대학, 1400명 교수 서명 (ft 19일 오전 11시)

ㅇㅇ(219.241) 2019.09.17 14:30:45
조회 85 추천 7 댓글 1
							








“조국 법무부장관 임명으로 사회정의와 윤리가 무너졌다 !!”


다수 국민의 열망과는 달리, 마침내 문재인 대통령이 온갖 편법과 비리로 큰 의혹을 받고 있는 조국 지명자를 법무부 장관에 임명하였다. 지금 우리는 대한민국의 사회정의와 윤리가 무너지는 것을 목도하고 있다.


문재인 대통령은 국민에게 “기회는 균등하며, 과정은 공정하고, 결과는 정의로울 것”이라고 약속하였다. 문재인 정부가 내세운 이 슬로건으로 많은 국민이 크게 위로를 받았다. 나아가 산업화와 민주화에 성공한 대한민국이 이제는 평등하고, 공정하며 또한 정의로운 나라가 되어 자랑스런 국가가 되리라 기대하였다. 그러나 지위를 이용하여 사모 펀드를 운용하는 등 온갖 비리의 의혹을 받고 있고, 그 부인은 자녀 대학원 입학을 위한 문서위조 혐의로 기소까지 되었음에도 불구하고, 문재인 대통령은 조국교수를 국민이 법을 지키도록 선도해야 할 법무부 장관에 임명함으로써 사회정의와 윤리를 무너뜨렸다.


기회는 균등할 것이라 했는데, 조국교수 부부는 자신의 지위와 인맥을 이용하여 대학교 관련 기관에서 쇼핑하듯 부정직하게 스펙을 쌓아 자녀를 대학과 대학원에 입학시켰으며, 50억 이상의 재산을 가진 서울대 교수 자녀이면서도 과도한 장학금을 받도록 하였다. 과정은 공정할 것이라 하였는데, 조국교수는 딸이 불과 2주의 인턴 생활로 국제학술지 수준의 논문에 제1저자가 되도록 하였다. 이는 오랫동안 연구 생활에 종사하는 교수의 입장에서는 말이 안 되는 것이며, 수년간 피땀을 흘려서 논문을 쓰는 석박사 과정의 학생들을 조롱하는 것이다.


부인과 자녀에게 드러난 비리에 대해 다른 사람에게 책임을 돌리고, 심지어는 부인과 자녀에 대한 일들도 그들이 책임질 일이라고 하면서 자신에게는 아무 문제가 없다고 강변하는 불의하면서도 비윤리적인 모습을 보였다. 결과는 정의로울 것이라 했는데, 그럼에도 불구하고 조국교수는 법무부 장관에 임명되었다. 법무부 장관에 임명된 이후 자신을 수사하고 있는 검찰을 향해 개혁하겠다고 주장하고 있다. 이러한 상황은 자신의 가족을 수사하는 검찰이 정의로운 조사를 하지 못하도록 하는 결과를 낳는다.


이번 사태에 힘없는 서민들과 청년들은 심각하게 불평등하고 불공정하며, 불의한 이 나라에 크게 좌절감을 느끼며 분노하고 있다. 또한 이번 사태는 특권층이 자신의 지위와 권력을 이용하여 온갖 편법적인 일을 서슴지 않고 행한 후에, 죄책감도 없이 뻔뻔하게 자신의 주장을 할 수 있다는 선례를 만들었다.


우리는 조국교수가 법무부 장관이 됨으로써 발생할 심각한 사태를 우려한다. 자신의 특권과 기득권은 조금도 양보하지 않고 오히려 편법적으로 활용하는 자가 고위 공직에 적임자라 주장하는 근거는 무엇일까? 일반 국민들이 생각하는 사회정의 및 윤리와 맞지 않은 생각을 가진 자가 주장하는 개혁의 사명이란 과연 무엇일까? 내심으로 여전히 사회주의를 신봉하는 자가 도대체 무엇을 개혁하겠다는 말인가? 자신의 가족조차 갈라치기를 하며, 대다수 국민의 민의를 무시하고 특정 집단끼리 옹호하며 자축하는 그들만의 목적은 과연 무엇일까? 이번 사태가 앞으로 밀어닥칠 수많은 불법의 시발점인 것 같아 매우 우려된다. 다양한 생각과 주장이 존재함에도 사회정의와 윤리가 살아있으면 균형을 맞출 수 있지만, 사회정의와 윤리가 무너지면 국가권력에 대하여 민심은 이반되고 심각한 사회 갈등이 발생하여 나라는 큰 혼란에 빠질 수밖에 없다.


그래서 우리는 문재인 대통령에게 초심으로 돌아가서, 대한민국이 “기회는 평등하고 과정은 공정하며 결과는 정의로운 나라”가 되게 해 줄 것을 요청한다. 문재인 대통령은 수많은 비리를 가지고 국민의 마음을 낙망하게 만든 조국 대신에 사회정의와 윤리를 세우며 국민적 동의를 받을 수 있는 새로운 사람을 법무부장관으로 조속히 임명할 것을 강력히 요청한다. 만약 조국 법무부 장관이 교체되지 않으면, 국민의 마음은 신속히 현 정부에 대한 기대에서 분노로 바뀔 것이다. 그럴 경우, 우리는 이러한 국민의 마음을 모아서 강력한 반대를 행동으로 나타낼 것을 엄중히 천명한다.


2019. 9. 12.


사회정의를 바라는 전국교수모임 (정교모)



전국 1000여 명의 전·현직 대학교수들이 조국(54) 법무부 장관 교체를 요구하는 시국선언문에 서명한 것으로 확인됐다. 이번 시국선언은 조 장관 임명 직전인 지난 5일 교수 200여명이 후보자 지명 철회를 요구한 시국선언을 발표한 것과는 별도로 진행되고 있다.


이어 "이번 사태에 힘없는 서민들과 청년들은 심각하게 불평등하고 불공정하며, 불의한 이 나라에 크게 좌절감을 느끼며 분노하고 있다"라며 "이번 사태는 특권층이 자신의 지위와 권력을 이용해 온갖 편법적인 일을 서슴지 않고 행한 후에 죄책감도 없이 뻔뻔하게 자신의 주장을 할 수 있다는 선례를 만들었다"고 설명했다.


17일 '사회정의를 바라는 전국교수모임'(정교모)에 따르면 13일부터 온라인을 통해 공개한 시국선언서 ‘조국 법무부 장관 임명으로 사회정의와 윤리가 무너졌다!!’에 서명한 교수가 1400명을 넘어섰다. 총 234개 대학 소속 교수들이다. 대학별로는 조국 법무부 장관이 현재 휴직 중인 서울대의 전·현직 교수가 83명으로 가장 많다. 정교모는 19일 오전 11시 청와대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 예정이다.




MBC뉴스

문재인 대통령의 국정운영에 대해 잘못하고 있다는 부정 평가는 51.7%, 잘하고 있다는 긍정 평가는 44.5%였습니다.

연령별로는 20대와 50대의 지지도가 하락해 30대와 40대를 제외한 모든 연령대에서 부정 평가가 더 높았습니다.





최순실 딸 정유라와 조국 딸 조민.. 

김성태 그리고 조국..

최순실 딸 정유라가 말했지.

나를 탓하지 말고 못난 니 부모를 탓해라.

... 우리 사회는 보수와 진보로 나누면 잘 보이지 않지만 기득권 세력과 그에 포함되지 않은 사람들로 나누면 희한하게 잘 보인다..


[팩트체크] 대한민국은 보수와 진보의 싸움이 아니라, '진보귀족'과 사실상 개돼지 취급을 받고있는 서민들과의 싸움이다.


추천 비추천

7

고정닉 0

0

댓글 영역

전체 리플 0
등록순정렬 기준선택

하단 갤러리 리스트 영역

왼쪽 컨텐츠 영역

갤러리 리스트 영역

갤러리 리스트
번호 제목 글쓴이 작성일 조회 추천
공지 ■□■□■□■□안철수 프로필,의정활동■□■□■□■□ [120] DC찰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7.06.01 43675 796
공지 안철수 관련 내용이 있어야 합니다. [63] 운영자 17.05.11 61909 146
공지 안철수 마이너 갤러리 승격 안내 [132] 운영자 17.05.11 82243 362
689788 국민이 분노하는 이유를 알아야 한다. ㅇㅇ(211.178) 06:55 11 2
689787 일본차 불매 운동 가즈아 ㅇㅇ(211.178) 06:35 11 2
689786 제가 안철수 갤러리에 크게 의미를 부여해서 글 쓰지 않습니다 봄빛깔(121.188) 06:07 34 0
689763 문재인 정권 권력순위 조국은 임자없는 배(125.180) 01:12 32 1
689758 ㅃ 페이트 그랜드오더 - 절대마수전선 바빌로니아 ㅇㅇ(115.139) 00:44 25 0
689757 트럼프 불턴 잘랐더라 찰군 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3 27 1
689755 윤석열 카페 [1] ㅇㅇ(211.246) 10.13 48 7
689754 언제 자도 기상시간은 같으니 [1] ㅇㅇ 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3 20 0
689753 고똥! (121.183) 10.13 17 1
689751 ㅃ 등촌매운버섯칼국수 [4] 구루메탐방러(110.13) 10.13 62 8
689750 이번 안철수의 2선 후퇴는 영원한 정계 은퇴로 이어질 수 있다 [1] 봄빛깔(121.188) 10.13 63 5
689749 문빠들도 다 조국이가 청렴한 줄 알았다더라. 조국은 임자없는 배(125.180) 10.13 71 4
689748 엠팍에서도 조롱받는 놈이 안철수 자한당행을 예견하네. 조국은 임자없는 배(125.180) 10.13 43 4
689747 드뎌 봄빛깔이 다중이를 사용하고 있음 조국은 임자없는 배(125.180) 10.13 34 3
689746 손대표가 안계에게 최고위원 안준건 [1] 이도(220.121) 10.13 70 4
689742 박통의 창조경제도 소득주도성장 버금 가는 망책이었음. 이도(220.121) 10.13 24 3
689741 안철수는 정치를 그만두면 되지만,두놈은 감방을 가야된다. 조국은 임자없는 배(125.180) 10.13 88 10
689740 안초딩과 폭군 사이 [1] 봄빛깔(121.188) 10.13 27 0
689739 안철수는 법치주의 개념이 아예 없는 희대의 독재자 스타일이다 [1] 봄빛깔(121.188) 10.13 25 1
689738 옳고 그름도 구분 못하는 인간이 뭔 촛불집회 조국은 임자없는 배(125.180) 10.13 39 2
689737 안철수란 정치인의 실체 [1] 봄빛깔(121.188) 10.13 26 0
689734 문팍이었을때도 봄비깔은 조롱 받았음. [1] 이도(220.121) 10.13 46 9
689731 정잘알 바른정당 지지자였던 이들 말로는 [1] 이도(220.121) 10.13 53 2
689730 유의 존영 사건을 보면 문제인이랑 같은 과 새럼이다 이도(220.121) 10.13 23 3
689729 유가 박그헤를 계파리더로 점?찍고 세를 키워나갔는데 이도(220.121) 10.13 26 3
689728 힘 없는 실무자를 희생양으로 삼지 말라. ㅇㅇ(211.178) 10.13 36 6
689727 유승민을 지지하던 중도 중산층이 유승민을 싫어하게 된 데는 [1] 이도(220.121) 10.13 70 7
689726 위안부 합의 관련하여 민족정기 언급하는 홍준표 손발이시립니다 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3 34 0
689725 난 안철수가 다음 대선도 건너뛸 가능성도 크다고 봄 [2] ㄴㄴㄴㄴ(125.184) 10.13 108 9
689724 홍정욱!에게 보여 주려고 먹다가 찍었다 [13] ⛪몽쟈르크(106.102) 10.13 95 0
689720 난 너무 못생겨서 아마 안될거야 ㅠㅠ ㅇㅇ(223.62) 10.13 39 0
689718 안갤에서 절교 선언하자 마자, 주갤 실시간 ㅡ범인이 3번 삭제질 [1] ⛵핫뉴스레이터(106.102) 10.13 34 0
689717 나 잘생겼는데? ㅇㅇ(223.62) 10.13 28 0
689716 안철수 정치복귀 명분 있을까 ㅎㅎㅎㅎ(112.151) 10.13 44 0
689711 핫뉴스레이터 너 많이 이뻐졌다 [1] ㅇㅇ(223.33) 10.13 31 0
689693 핫뉴스레이터 출동 바란다!정동하 갤러리 사건터짐 [5] ㅇㅇ(223.62) 10.13 36 0
689689 사이코패스 ㅇㅇ(223.62) 10.13 17 0
689684 안철수때문에 이런개 나타나서 서울 공산주의 되겠네ㅠㅠㅠ [1] ㅇㅇ(223.62) 10.13 68 10
689682 천만 검찰 개혁 촛불시민이 보내는 최후 통첩문 (전문) 봄빛깔(121.188) 10.13 76 4
689680 문재인, 조국 벌써 허경영 쪽으로 줄 섰다 [1] 쌩떽즤쀄~r(106.102) 10.13 37 0
689679 유승민이 김무성을 바른 미래당으로 모셔 와야 하는 이유 [10] 쌩떽즤쀄~r(106.102) 10.13 71 1
689678 국아! 건투를 빈다! [1] 쌩떽즤쀄~r(106.102) 10.13 28 0
689677 AB형의 표정 변환 ㅡ이준석편 쌩떽즤쀄~r(106.102) 10.13 56 0
689676 유승민이 자한당으로 가면 안 되는 이유 쌩떽즤쀄~r(106.102) 10.13 30 0
689675 조국 열사 ! 이 때브터 탄생은 예고 되었다 쌩떽즤쀄~r(106.102) 10.13 28 1
689674 유승민, 안철수는 홍준표보다도 못난 정치인입니다 [1] 봄빛깔(121.188) 10.13 47 3
689673 봄빛깔의 성분분석은 조금있다가 올린다. 조국은 임자없는 배(125.180) 10.13 27 0
갤러리 내부 검색
전체게시물 정렬 옵션

오른쪽 컨텐츠 영역

개념글 []

/

    이슈줌NEW

    1/6

    뉴스NEW

    1/3

    힛(HIT)NEW

    그때 그 힛

    1/3

    초개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