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시인사이드 갤러리

갤러리 이슈박스, 최근방문 갤러리

갤러리 본문 영역

동물원 이야기) 한 우리에 살았던 암사자 순이와 진돗개 땡칠이

WG완비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020.09.28 21:13:11
조회 1293 추천 40 댓글 20
							

viewimage.php?id=2cb3d92be4de&no=24b0d769e1d32ca73fec87fa11d0283168a8dd5d0373ee31e5f33784e62a87707910898de8610b83f0546f10f8e6ad4b68e72934e86f07144f6846b59a189c22d53a


거의 십 년도 더 전에 떠돌던 '사자한테 겁도 없이 깝치는 강아지' 짤(위)의 주인공이 바로 순이와 땡칠이다



순이는 원래 진주시의 진양호동물원의 사자 무리에서 태어났으나 당시 해당 동물원의 열악한 환경 때문에

어미가 스트레스성 발작으로 새끼들을 물어죽이는 히스테리를 부리고 있었고


그것을 보다못한 당시 동물원의 사육사 중 한 명인 김씨가 직접 데려다가 집에서 인공포육을 하며 애지중지 아끼고 애완동물이자 딸처럼 키웠다


이 과정에서 사자의 야생성이나 흉포함은 배우지 못하고 정말 사람들을 잘 따르고 순한 성격으로 자라서 이름도 순이라고 붙였다고 한다

김씨의 말에 의하면 정말 고양이보다 강아지에 가까운 성격을 보여줬다고 한다



순이는 사람 손에 키워졌기 때문에 다른 사자들과 합사시키면 함께 어울리지 못했고 따돌림이나 괴롭힘을 당했다

그래서 늘 혼자만 있는 우리에서 독방의 외톨이처럼 쓸쓸하게 지냈다


이것을 보고 안타까워한 김씨가 생후 8개월 된 수컷 진돗개 '땡칠이'를 데려와 순이와 합사시킨다는 결정을 내렸다

(당시 순이의 나이가 6살이었는데 사자는 자연 환경에서는 수명이 약 14년, 동물원 환경에서는 약 20년 가까이 산다)



viewimage.php?id=39b1db&no=24b0d769e1d32ca73dec87fa11d0283123a3619b5f9530e1a1306968e3d9ca0a36d9a82f3ffb51d4330fbb4e4df961dba29444a4fc7e60cc7ccd2d8d33bca7


땡칠이는 겁도 없이 순이를 처음 보자마자 마구 들러붙으며 호감을 표시했고 순이는 땡칠이의 그런 대쉬에 당황했다고 하나

외톨이로 지내는 것에 싫증이 나 있었기 때문에 일주일도 안 돼서 땡칠이와 급속도로 친해졌다고 한다



viewimage.php?id=39b1db&no=24b0d769e1d32ca73dec87fa11d0283123a3619b5f9530e1a1306968e3d9ca0a36d9a82f3ffb51d4330fbb4e4df961dba29444a1a37b65962fce288d33bca7


viewimage.php?id=39b1db&no=24b0d769e1d32ca73dec87fa11d0283123a3619b5f9530e1a1306968e3d9ca0a36d9a82f3ffb51d4330fbb4e4df961dba29444f4a3783c9d28cf7d8d33bca7


viewimage.php?id=39b1db&no=24b0d769e1d32ca73dec87fa11d0283123a3619b5f9530e1a1306968e3d9ca0a36d9a82f3ffb51d4330fbb4e4df961dba29444fdfc7f3dca7c9f2a8d33bca7


한 식구가 된 둘은 빠른 속도로 친구가 되었고, 시간이 좀 더 지나자 놀랍게도 종의 차이를 뛰어넘어 연인, 부부와도 같은 사이가 되었다


김씨의 말에 따르면 어느날 땡칠이가 구애 행각을 먼저 시작했다고 한다 (아마도 땡칠이는 사자박이였던 모양이다)

순이는 땡칠이의 적극적인 대쉬를 싫어하지 않는 것 같았고, 그렇게 시간이 얼마 지나지 않아 서로 본격적으로 사랑까지 나누는 관계가 됐댄다


사자랑 개가 접붙는 모습은 사육사들도 사육사 생활 수십 년 간 처음 보는 광경이었다고 하는데,

처음엔 그만두게 하는 게 좋지 않을까 했는데 둘 다 별 탈은 없는 거 같아서 그냥 냅두기로 했다고 한다



viewimage.php?id=39b1db&no=24b0d769e1d32ca73dec87fa11d0283123a3619b5f9530e1a1306968e3d9ca0a36d9a82f3ffb51d4330fbb4e4df961dba29444f2f4283c9828cd268d33bca7


viewimage.php?id=39b1db&no=24b0d769e1d32ca73dec87fa11d0283123a3619b5f9530e1a1306968e3d9ca0a36d9a82f3ffb51d4330fbb4e4df961dba29444a0f52d3c9c24997c8d33bca7


남사스러운 얘기를 떠나서, 이 둘은 서로를 정말 너무나도 좋아했다


김씨가 둘 중 하나에게 먹이를 주면 먼저 안 먹고 상대에게 물어다 주고, 적게 주면 서로한테 양보를 했다

늘 옆에 있으면서 서로 물고 핥고 빨고 애정행각이 난리도 아니었다고 한다


순이와 땡칠이는 그렇게 13년을 함께 살았고, 잠깐이라도 떼어놓으면 안절부절 못하며 서로를 그리워했다



viewimage.php?id=39b1db&no=24b0d769e1d32ca73dec87fa11d0283123a3619b5f9530e1a1306968e3d9ca0a36d9a82f3ffb51d4330fbb4e4df961dba29444a1a428369d2ac47b8d33bca7


viewimage.php?id=39b1db&no=24b0d769e1d32ca73dec87fa11d0283123a3619b5f9530e1a1306968e3d9ca0a36d9a82f3ffb51d4330fbb4e4df961dba29444fca67c67992a9c2d8d33bca7


이 둘은 당시 해당 동물원의 놀라운 명물이 되었고 뉴스나 잡지, TV동물농장 등의 방송을 타며 유명해졌다


그러나 둘의 독특하고도 진귀한 관계 때문인지 둘은 각자의 2세를 볼 수 없는 운명인 것 같았다


당시의 방송에 따르면 중간에 순이를 다른 동물원의 사자 무리에 합사시키려는 계획이 있었다고 하는데

그곳에 있던 상대 수사자와는 교미는 커녕 싸우기만 하고 친해지질 못해서 결국 김씨가 그만두게 하였다


땡칠이도 암컷 진돗개랑 합방을 시도해봤지만 영 시큰둥하고 암컷 진돗개 보기를 돌처럼 해서 진전이 없었댄다

확실히 사자박이가 맞는 것 같다


결국 순이와 땡칠이는 땡칠이가 노환으로 늙어서 죽을 때까지 부부 같은 관계로 함께 살았다




viewimage.php?id=39b1db&no=24b0d769e1d32ca73dec87fa11d0283123a3619b5f9530e1a1306968e3d9ca0a36d9a82f3ffb51d4330fbb4e4df961dba29444f7a47f31cb29987a8d33bca7


중간에 순이와 땡칠이를 수컷 흑곰 '은비'와 합사해서 볼거리를 늘리고자 하는 일도 있었는데

은비가 어릴 때 잠깐은 괜찮았는데, 자라면서 개인 영역 본능이랑 소유욕 등이 너무 강해져서 (= 성격이 개좆같아져서)

서로 싸우고 다투기만 반복했기에 결국 나눠놨다고 한다


그리고 한 철창 너머로 이웃으로 지내게 됐는데


땡칠이가 죽은 후 얼마 안 가 순이가 20살이 됐을 무렵에

동물원의 관리 소홀로 철창이 무너져서 은비가 순이의 우리에 침입하는 사건이 벌어졌다


어째서인고 하니, 순이는 땡칠이가 죽은 후 심한 우울증에 걸려 매일 서글프게 울기만 하고 식욕을 잃어 먹이를 제대로 먹지 않았다

그리고 문제의 사건이 발생한 그 날에도 먹이로 지급되었던 닭고기를 먹지 않고 바닥에 내버려두었는데

옆의 우리에 있던 은비가 그것을 보고 식탐을 내서 철창을 쥐고 마구 흔들다가 그게 부숴져서 일이 터진 것


둘은 엄청나게 싸웠고, 바닥이 피로 흥건해졌다고 한다

순이가 은비에게 일방적으로 제압당하는 싸움이었다



viewimage.php?id=39b1db&no=24b0d769e1d32ca73dec87fa11d0283123a3619b5f9530e1a1306968e3d9ca0a36d9a82f3ffb51d4330fbb4e4df961dba29444f3a72d61997e9f788d33bca7


12살로 젊은 편인 은비는 (불곰의 수명이 50년이므로 사람으로 치면 30대) 싸우고 나서도 팔팔했지만

20살이나 먹은 순이는 (사람으로 치면 7~80대) 싸움 후에 크게 외상은 없었으나

평소 앓고 있던 염증이 스트레스로 악화되어 급속도로 기력이 쇠약해졌고, 결국 며칠 뒤에 숨을 거두었다고 한다


순이의 죽음은 2014년 12월에 있었던 일이다









원래 제목을 '고고했던 사바나의 여왕님이 토종 국산견의 극태쥬지에 굴복했다고?!?!'로 하려고 했다가 마지막에 슬퍼지는 얘기라서 그냥 평범하게 씀




라이온킹 마이너 갤러리

https://gall.dcinside.com/tlk

추천 비추천

40

고정닉 11

2

원본 첨부파일 1

댓글 영역

전체 리플 0
등록순정렬 기준선택

하단 갤러리 리스트 영역

왼쪽 컨텐츠 영역

갤러리 리스트 영역

갤러리 리스트
번호 제목 글쓴이 작성일 조회 추천
설문 사극이 찰떡, 한복핏 완벽한 여자 스타는? 운영자 20/10/20 - -
AD 형님들! 문단속 잘하고 나왔어요? 여기 최첨단 도어락이 딱! 운영자 20/10/02 - -
공지 동물 사진과 관련 내용이 있어야합니다. [14] 운영자 16.07.05 27636 25
공지 @@@동기갤 통합공지@사육정보링크모음@@@ver.2014 [38] ㅎㅜㄹㅣ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4.07.17 73548 100
521185 방...생 궁금한게많아요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8:04 26 4
521184 골햄 디깅박스 질문 좀 .. [1] ㅇㅇ(121.161) 17:58 11 0
521183 햄스터가 의문사하는 이유 [3] ㅇㅇ(223.62) 17:49 32 2
521182 애미뒤진 홀애비 학대충들아 꼭 햄스터여야해? [2] ㅇㅇ(223.39) 17:44 25 1
521181 학대충들 햄수터 너무 불쌍해..ㅠ [4] 햄스터의눈물(210.105) 17:36 51 3
521180 쥐새끼 사는 집 실수로 발로 찬 적 있는데 [1] 외과의사쉔(39.7) 17:36 35 2
521179 어그로 끌면 혼난다? [1] Al(211.36) 17:32 14 0
521178 손위에 천사두마리 짹슨맘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7:15 24 0
521175 햄스터가 안 우는 이유가 뭔지 알아? [10] ㅇㅇ(223.62) 16:14 242 12
521174 디시 참 ㅋㅋㅋㅋㅋ [2] ㅇㅇ(182.214) 15:52 47 1
521173 새로온 9월3일생 햄 [2] 궁금한게많아요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5:44 72 1
521172 게코도마뱀 운동 시킬려고 꺼내놨는데 [7]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5:32 88 4
521169 울집햄찌는 진짜 거짓말안하고 한번도 울질않더라 [4] 김류리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5:12 83 1
521167 앵) 우리앵 못됐음 츄럴코게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4:33 61 3
521166 그간 좀 바빠서 늦은 친칠라 [10] 이리동동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4:24 227 10
521165 토끼가 옷에 땅파는행동 하는건 왜그러는거임 [2] ㅇㅇ(110.70) 13:23 66 0
521164 야 쥐새끼 어디서 사야되냐? [5] ㅇㅇ(182.228) 12:45 102 0
521163 데려온 멧비둘기 새끼 근황 [8] 에이전트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2:42 197 7
521162 행복한 까람쥐 [5] 지다람씨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2:24 113 5
521161 람쥐스핀 [4] 지다람씨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2:12 88 4
521160 햄찌 첨 키워보는데 활동량 원래 이럼? [10] ㅇㅇ(203.236) 10:29 183 0
521158 이거 무슨새임? [5] ㅌㅁ(211.202) 08:57 152 4
521157 다람쥐는 뱃살이 찐게 아니다 [4] Chipmunk(58.142) 08:55 164 2
521156 골햄사러간다 [2] 궁금한게많아요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52 108 0
521155 쥐 귀엽다 [8] ㅇㅇ(223.38) 08:35 186 2
521153 우리 병아리들 답답해하길래 드라이브 시켜줌 [1] djbyu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16 74 0
521152 부엉? [1] 부엉E(124.48) 07:51 49 2
521151 새벽고블린 [3] 궁금한게많아요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10 158 4
521150 죽을뻔한 멧비둘기 청소년 데려왔음 [3] 에이전트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42 230 5
521149 햄스터는너무작은것같다 [2] 외과의사쉔(121.55) 02:23 73 0
521147 익스먹는 햄스터 [4] 히마와링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19 206 5
521146 아니 첫날이라 그런가 [2] ㅇㅇ(106.102) 01:11 70 1
521145 우리집햄저씨 [2] 외과의사쉔(121.55) 01:07 157 5
521143 임신한 여자들한텐 월급 더줘야 맞는거임 [19] ㅇㅇ(79.141) 00:24 217 4
521142 블랙 걷기 캠페인 [2] ㅇㅇ(110.70) 00:18 90 1
521141 [속보]<앵무새 죽이기> 하퍼 리 작가 신작 외과의사쉔(121.55) 00:09 81 8
521138 아이 씨~팔 안 먹는다고 [3] 레게엨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22 188 4
521136 햄스터는 이유없이 뒤지는 이유가 머냐 [4] ㅇㅇ(222.237) 10.22 138 1
521135 쥐새끼 그까짓거 왜 키움 ? [4] iuiu(183.107) 10.22 188 5
521134 골햄 챗바퀴작은거만 탄다 [4] ㅇㅇ(118.36) 10.22 69 1
521132 친칠라가 햄스터랑 같은 가격이였으면 어떻게됬을까 ㅇㅇ(218.50) 10.22 45 0
521131 햄스터 ㅋㅋ 내 얼굴에 놓고 누워있으면 움직이는게 느껴져 ㅋㅋ [5] ㅇㅇ(218.50) 10.22 109 2
521129 신비한동물사전보고왔음 [2] 궁금한게많아요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22 55 0
521128 난 남자가 싫다 [1] ㅇㅇ(223.62) 10.22 62 0
521127 치명적 독이 있는 동물 Top 10 롬멜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22 40 0
521126 자는거 [1] 외과의사쉔(121.55) 10.22 93 2
521125 넌 어떻게 지내는건지 혹시 나와 같은지 [1] 하지마마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22 72 2
521124 친칠라의 취미 중 하나,.jpg [2] 을묘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22 321 8
갤러리 내부 검색
전체게시물 정렬 옵션

오른쪽 컨텐츠 영역

이슈줌NEW

1/6

힛(HIT)NEW

그때 그 힛

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