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시인사이드 갤러리

기갑 갤러리

갤러리 이슈박스, 최근방문 갤러리

갤러리 본문 영역

영화 퓨리 실사판앱에서 작성

유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016.03.18 21:56:04
조회 5903 추천 47 댓글 12
							



러시아 연방 국방부 중앙기록보관소 문서번호 33-793756-44

포상 건의


1. 성명 : 알렉산드르 예고로비치 스크보르초프

2. 계급 : 근위상위

3. 직책 및 소속부대 : 전차장, 50전차여단 254전차대대


이상의 자에게 '소비에트 연방 영웅' 칭호를 수여할 것을 건의함


4. 출생년도 : 1919년

5. 국적 : 러시아

6. 당적 : 공산주의청년동맹

7. 적백내전 혹은 그 이후의 전투에 소비에트 연방 방위를 위해 참전한 경력 : 1941년 6월 22일부터 1941년 8월까지, 1943년 1월 1일부터 1943년 2월 23일까지 대조국전쟁 참여

8. 부상 기록 : 3회

9. 붉은 군대 복무 이력 : 1937년부터

10. 입대지역 : 쿠르스크 주 포포프스키 지역군사위원회

11. 기존 수훈 포상 : 적기훈장

12. 본인 혹은 가족 주소 : 플로부시냐 촌



1. 영웅적 행위 요약:


스 크보르초프 동지와 휘하 승무원들은 오체렌티노 마을 인근에서 벌어진 독일 침략자들과의 전투에서 용기있고 대담한 영웅적인 일을 해 냈습니다. 스크보르초프 동지가 지휘한 T-34 전차는 엔진이 설계수명인 225시간을 훨씬 넘는 308시간동안 연속 가동된 관계로 마모되어 기동불능 상태가 되었고, 그에게는 해당 위치에서 안드레예프카와 미하일로프카 방면을 감시하고 적이 접근하면 격퇴하라는 명령이 하달되었습니다. 탄약이 소진되는 경우 무장을 탈거하고 전차를 자폭 처리한 뒤 승무원과 함께 탈출하라는 지시도 내려졌습니다.


1943년 2월 24일, 10전차군단 예하의 110차량화보병여단이 오체렌티노 방면을 통해 후방으로 퇴각하였습니다. 스크보르초프 동지는 이들의 후퇴를 돕기 위해 포수인 그누사례프 상사와 함께 전차에 남았고, 조종수 루진 특무상사는 기관단총을 가지고 인근의 가옥에서 주변을 감시하였으며 무전수 로바노프 중사는 적 보병이 접근하지 못하도록 주변에 매복하였습니다. 이들은 곧 후퇴하는 여단을 추격해 온 적의 전차포, 기관단총, 기관총 포화와 맞닥뜨렸습니다.


8시간 가량 이어진 압도적으로 불리한 전투 속에서 스크보르초프 동지의 전차는 움직이지 못하는 상황에서도 적 전차 8대를 격파하여 그 중 3대를 전소시켰으며 그 외에도 대전차포 1문, 견인차량 3대, 기관단총수들을 태운 트럭 4대를 파괴하고 2개 중대로 짐작되는 적 보병을 사살하였습니다. 기관총수 로바노프 동지는 적 보병을 60명 가까이 사살하였으며, 루진 동지는 전차포의 착탄지점을 관측하고 수정하는 중에도 10명 가량의 적 보병을 사살하였습니다. 루진 동지는 스크보르초프 동지의 전차를 조준하고 있는 대전차포를 발견하고 이를 전차에 알려 즉시 파괴할 수 있도록 하였습니다. 8시간이 지나 전차에 적재되어 있던 탄약이 모두 소진되자 스크보르초프 동지는 기관총을 빼내고 전차를 폭파한 뒤 승무원들을 데리고 10전차군단과 합류하였습니다.


결 과적으로 1943년 2월 2일부터 동월 24일까지 크라마토르스크와 오체렌티노 인근에서 벌어진 전투에서 스크보르초프 동지는 적의 전차 11대, 대전차포 2문, 대전차소총 3정, 75mm 야포 3문, 자주포 3대, 차량 15대, 초소 5개소, 지휘소 1개소, 최대 500명 가량의 적 보병을 섬멸하였습니다.


이와 같이 극도로 뛰어난 임무 수행 능력과 결단력, 대담함, 용감성을 보인 점을 감안할 때 스크보르초프 동지에게 '소비에트 연방 영웅' 칭호를 수여할 것을 건의합니다.


254전차대대장

베레진 소령



스크보르초프 동지가 '소비에트 연방 영웅' 칭호를 받기에 합당하다고 판단됩니다.


50전차여단장

프롤레예프 대령



(군단장, 군 군사위원회, 전선 군사위원회, 국방인민위원회 포상심사회 심사결과가 각각 합격이라고 기재된 부분)



칭호 수여

소비에트 연방 영웅 칭호와 레닌 훈장, 금성 메달을 수여함

1943년 4월 17일 소비에트 연방 최고 회의 의장 결정


추천 비추천

47

고정닉 0

1

원본 첨부파일 1

댓글 영역

전체 리플 0
등록순정렬 기준선택

하단 갤러리 리스트 영역

왼쪽 컨텐츠 영역

갤러리 리스트 영역

갤러리 리스트
번호 제목 글쓴이 작성일 조회 추천
설문 가족이 발목잡은 것 같은 스타는? 운영자 19.11.21 - -
공지 ☆★☆☆제6회 기갑갤 전차 인기투표 결과발표☆☆★☆ [66] 무의미혁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4.06.23 165320 85
공지 ☆☆☆☆ 제 3회 기갑갤러리 장갑차 인기투표 결과 발표 ★★★★ [32] 무의미혁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4.01.29 103034 15
공지 ★★☆★제5회 기갑갤러리 인기포투표 결과발표 ★☆★★ [28] 무의미혁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3.11.05 103833 27
공지 ☆★☆★ 제3회 기갑갤러리 공중기갑 인기투표 결과발표!! ★☆★☆ [18] 무의미혁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3.06.25 108852 13
공지 기갑 관련 사진과 내용을 올려주시기 바랍니다. [121] 운영자 05.12.27 220531 25
1523084 자한당은 지소미아 종료 찬성해야 살수 있다 [2] ㅇㅇ(222.101) 08:11 25 0
1523083 성범죄자 취업제한은 재산권 침해임 ㅇㅇ(125.183) 11.20 33 0
1523082 주한미군이 문제가 아니라 한미동맹은 이미 중국땜에 깨졌음 ㅍㅍㅊㅊ(210.93) 11.20 77 3
1523081 LHA-6 LHD-4 location [10] 모피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20 92 3
1523080 군갤에게 학대당하는 역갤러 핫산.jpg ㅇㅇ(110.70) 11.20 51 0
1523079 홍콩인권법 미국 상원 통과~! [2] 503(211.211) 11.20 84 4
1523078 북한군 나오는 드라마? [2] ㅇㅇ(223.62) 11.20 62 2
1523076 자한당의 생존가능 코스는? [1] ㅇㅇ(222.101) 11.20 43 0
1523075 오랜만에 왔는데 ㅇㅇ(175.196) 11.19 45 0
1523074 일본 치는데 상륙을 왜 하냐? ㅇㅇ(112.161) 11.19 52 0
1523073 인민군과 재벌녀가 사랑에 빠지는 드라마 제작중 [2] 503(211.211) 11.19 122 9
1523072 트럼프가 재앙이 왜 냅두는지 알아? ㅁㄴㅇㄹ(143.248) 11.19 109 8
1523071 아무래도 우리가 곧 철수하는 미군을 볼 수 있을 것 같다. 503(211.211) 11.19 97 3
1523070 군약신강으로 본 조선왕조 조세제도 문제점 ㅇㅇ(222.101) 11.19 40 1
1523069 진화론과 창조설의 사기 (진보는 옳고 보수는 틀린 이유) ㅇㅇ(222.101) 11.19 80 0
1523068 자한당을 해결하는 방법 [1] ㅇㅇ(222.101) 11.19 54 0
1523067 광해ㅡ고종ㅡ재인 [2] ㅇㅇ(211.211) 11.19 48 1
1523066 애초에 밀스펙자체가 어이 없는거지 [4] 마mi손(220.74) 11.18 103 0
1523065 한국이 외교상지위가 생각보다 낮음. 현영국수상이 외무상때 박근혜 이름도 ㄱㄷㄷㄷ(110.5) 11.18 90 2
1523064 지금 대한민국은 조선시대 사림파 집권때하고 분위기가 비슷하다 ㅇㅇ(222.101) 11.18 51 0
1523063 대한민국이 대통령권한과 국가공권력을 강화해야 하는 이유 ㅇㅇ(222.101) 11.18 32 0
1523062 문재인식 공권력강화 대통령권한강화 바람직하다고 본다 ㅇㅇ(222.101) 11.18 41 0
1523061 여름에 북폭한다고 벌벌떨던 수많은 갑갤럼들 ㅁㄴㅇㄹ(175.203) 11.18 83 2
1523060 우파말야. 입만 쓰지말고 강남에 모여서 중국대사관까지 홍콩 지지시위 [1] ㄱㄷㄷㄷ(110.5) 11.18 58 0
1523059 대깨트 새끼들 다 도망갔냐 [1] ㅇㅇ(218.235) 11.18 100 5
1523058 언젠간 일어날 일은 결국 다 일어나긴 할거다. [3] 병신(175.223) 11.18 129 3
1523056 방위비는 간단함. 미국의 전략파악임. 휀,훼어 대중전쟁하냐를 [2] ㄱㄷㄷㄷ(110.5) 11.18 86 0
1523055 성실하고 열심히 사는 사람을 지치게 하는 진중권과 이철희 [1] ㅇㅇ(222.101) 11.17 66 0
1523054 솔직히 한국에서 국뽕타령하는 사람들은 21세기 일진회라고 봐야 [1] ㅇㅇ(222.101) 11.17 71 1
1523053 북한은 미쿡을 핵공격해서 없앨때까지 대미적대노선을 버리지 않는다. [2] 한국청년(220.93) 11.17 67 1
1523052 홍콩사태는 조약위반 가능성도 있고 내전이나 미영동맹의 개입가능성 [5] ㄱㄷㄷㄷ(210.93) 11.17 147 2
1523050 모병제 찬성한다 [2] ㅇㅇ(125.183) 11.16 57 0
1523049 현대 자유주의 리버럴에 입각한 대한민국 문재인 정부 리보(222.102) 11.16 53 0
1523048 썰렁 현대화계획 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16 56 2
1523047 오늘의 홍콩이 내일의 한국이라는 사실을 한국인들만 모른다 [1] ㅇㅇ(222.107) 11.16 207 29
1523046 핵전쟁에서 벗어나고 통일하기 위해, 미군철수&북미평화&남북연방식통일 [1] ㄱㄷㄷㄷ(110.5) 11.16 68 1
1523044 송영길 "미군 나갈테면 나가라" ㅁㄴ(203.254) 11.16 109 1
1523043 내부고발자는 처벌하고 매장해야함 ㅇㅇ(125.183) 11.16 53 0
1523042 홍콩보니까 한국 법조는 이단,변태의 성장사로 사회발전을 저지 ㄱㄷㄷㄷ(110.5) 11.16 56 1
1523041 보니까..미국의 중국민주화,봉쇄는 허구.공존추구임. 남미 등 cia ㄱㄷㄷㄷ(110.5) 11.15 71 2
1523040 청산리 전투에서는 일본군 3명이 전사했다 ㅇㅇ(125.183) 11.15 65 0
1523039 K1 빨빨 전차는 미국이 버리는 기술로 만든 B급 전차다, [1] 팩트로(211.53) 11.15 152 2
1523038 자폭의 나라 ㅇㅇ(223.39) 11.15 62 0
1523037 홍콩언론에서 한국을 많이 언급. 인도적 지원용 독도함,구축함 홍콩파견 ㄱㄷㄷㄷ(110.5) 11.15 89 1
1523036 문재인이가 운이 다했나봐 [1] ㅇㅇ(211.185) 11.15 200 7
갤러리 내부 검색
전체게시물 정렬 옵션

오른쪽 컨텐츠 영역

개념글 []

/

    이슈줌NEW

    1/6

    뉴스NEW

    1/3

    힛(HIT)NEW

    그때 그 힛

    1/3

    초개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