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시인사이드 갤러리

갤러리 이슈박스, 최근방문 갤러리

갤러리 본문 영역

현대차 꺾을 집념으로 테슬라가 결국 ‘개발 성공한 전기차’의 실물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022.05.18 10:00:55
조회 4658 추천 3 댓글 35
							

테슬라의 집념
로드스터 실물 등장
현대차 뛰어넘을까?

서울에서 발견된 테슬라 로드스터 / 사진 = 네이버 남차카페 ‘용바리’님 제보

테슬라 로드스터, 우리가 흔히 생각하는 그 차는 오는 2023년에 출시 예정이며, 테슬라 내에서 그랜드 투어러 포지션을 담당한다. 자동차 업계에선 하루라도 빨리 출시를 염원하는 몇 안 되는 차량 중 한대인데, 앞으로 출시 예정인 로드스터를 뒤로하고 오늘 이 시간 만나볼 차 한 대가 존재한다. 그 차는 바로 2008년에 최초로 출시한 1세대 테슬라 로드스터다.

서울 도심 한가운데서 발견된 1세대 로드스터는, 우리가 앞으로 맞이할 차세대 로드스터와는 사뭇 다른 모습인걸 볼 수 있다. 심지어 뒷모습의 실루엣이 어디선가 많이 본 모습을 취하고 있는 걸 알 수 있는데, 테슬라에게 있어 수많은 의미를 가진 1세대 로드스터는 과연 어떤 모습을 갖춘 자동차일지 오늘 이 시간 함께 알아보자.

 권영범 에디터




로터스 엘리스 기반
테슬라 로드스터


테슬라 로드스터, 그리고 더 나아가 1세대 로드스터의 데뷔는 2006년으로 거슬러 올라가야 한다. 캘리포니아 산타모니카에 위치하는 산타모니카 공항의 어느 한 벙커 격납고를 빌린 일론 머스크는 그 자리에서 1세대 로드스터를 공개하였는데, 당시 로드스터의 배터리는 우리가 오늘날에 사용하는 리튬-폴리머 배터리 시스템이 아닌 18650 고방전 배터리를 6,800여 개를 사용하는 시스템으로 갖춰 탄생했다.

이때 당시의 일론 머스크는 전기차 전용 리튬-폴리머 배터리가 기술 면에서나 비용면에서나, 별다른 메리트를 못 느껴 18650 배터리를 패키징하는 기술을 개발해낸 것이었다. 그런데도 출시 가격이 10만 달러를 가볍게 넘긴 건 아이러니일 뿐이다. 아무튼, 그로부터 2년 뒤인 2008년에 본격적으로 판매가 시작된 로드스터는, 세계 최초의 전기 스포츠카라는 의미심장한 타이틀을 얻어내는 데 성공한다.



아울러 여타 다른 메이커들의 전기차들은 애초에 제작 단가가 높았던 탓과, 친환경이라는 컨셉을 유지하기 위해 ‘저가형’, ‘친환경’, ‘재활용’이라는 타이틀을 내걸고 개발 및 판매를 진행해왔었다. 그러나 테슬라는 대세를 역으로 이용하여 고급화 전략에 돌입하였고, 일론 머스크의 틈새 전략은 성공 그 자체였다. 유럽과 아시아를 포함하여 총 30여 개 국가에 판매를 진행한 1세대 로드스터는 사전 계약을 통해 주문한 고객들에게 먼저 차량을 인도하였는데, 2007년 10월에 주문받기 시작했던 ‘시그니처 백’트림은 3주도 지나지 않은 시점에 모두 완판을 일궈냈다.

볼품없는 18650 배터리일지라도, 성능은 그렇지 않았다. 0-60마일까지 가속하는 데 걸리는 시간은 3.9초면 충분했고, 2008년 테슬라 측의 발표에 따르면 항속 가능 주행거리는 244마일, km로 환산할 경우, 393km라는 수치를 기록하게 된다.


우주에서
가장 빠른 로드스터


몇몇 사람들에게 테슬라 로드스터를 떠올리면, 가장 먼저 떠오르는 게 무엇이냐 물어본다. 그리고 10명 중 3명꼴로 “당연히 우주비행이지”라는 대답이 들려온다. 일론 머스크는 1세대 로드스터를 개발하고 판매했을 시절 이전부터 우주비행에 지대한 관심을 쏟아냈는데, 지난 2018년 스페이스X에서 또 다른 발사체인 ‘팰컨 헤비’를 쏘아 올리기 위해 한참 동안 준비하는 기간이었다.

보통 로켓을 최초로 발사할 때 궤도 이탈, 폭발, 미점화 등등 여러 가지 변수가 존재한다. 따라서 성능과 안전에 검증이 제대로 이뤄지지 않았기 때문에, 최초 발사할 때 콘크리트 덩어리를 적재하여 우주로 쏘게 된다. 그러나 일론 머스크는 이런 정책에 의문을 품기 시작했으며, 콘크리트를 대체하기 위한 물품을 선정한 결과물이 바로, 그가 자가용으로 운용 중이던 1세대 로드스터인 것이다.



그의 기발한 생각은 행동으로 이어졌다. 우주복을 입힌 ‘스타맨’ 마네킹을 로드스터 운전석에 태우는가 하면, 내비게이션이 위치하는 곳엔 “Don’t Panic!”이라는 재치 있는 문구를 적었고, 실제로 로드스터를 쏘아 올리기 전에는 차량 내부에 5D 디스크, 코믹 SF 소설책, 로드스터 미니어처를 적재하여 우주로 쏘아 올렸다.

이후 2018년 2월, 팰컨 헤비는 성공적인 발사를 마쳤다. 그리고 로드스터도 성공적인 공전궤도에 올라갔으며, 지구와 3억 7,700만km 떨어진 곳을 시속 6,493km의 속도로 날고 있다. 이러한 이유로 테슬라 로드스터가 우주에서 가장 빠른 로드스터로 이름을 날리게 된 것이다. 당시 로드스터는 자가발전기를 탑재하지 않고 떠나는 바람에, 자료는 한정적인 것으로 알려졌으며 별달리 로드스터를 추적하고 근접 촬영할 방도가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오토포스트 주요뉴스



▶ ‘중형세단 경쟁’ 쏘나타 VS 어코드, 비교해보니 승자는 분명했다▶ 실물 보면 모두 놀란다는 ‘한정판 G바겐’이 도로에서 포착된 모습▶ “인천에서 또 당했습니다” 2억짜리 벤츠 파손한 업체의 변명 수준



추천 비추천

3

고정닉 1

24

댓글 영역

전체 댓글 0
등록순정렬 기준선택
본문 보기

하단 갤러리 리스트 영역

왼쪽 컨텐츠 영역

갤러리 리스트 영역

갤러리 리스트
번호 제목 글쓴이 작성일 조회 추천
설문 어려울 때 도와줄 사람 많을 것 같은 인맥 부자 스타는? 운영자 22/07/04 - -
1421 “진작 이렇게 좀 만들지…” 현대차까지 꺾은 토레스 실물 수준에 아빠들 난리났다 [3]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49 268 1
1420 “디자인 표절 소송 겁니다!” 아이오닉 6랑 진짜 닮은 차는 포르쉐가 아니었다고? [4]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49 291 2
1419 현대차 10년 넘게 타는 아저씨들의 공통 특징, 맨날 ‘이것’만 갈고 탑니다 (반박불가)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49 45 0
1418 “아저씨, 제발 한번만 끼워주세요” 운전면허 반납하고 싶게 만드는 부산의 도로들 [1]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49 343 1
1417 “착해져야 하는데…” 아이를 자동차 지붕에 올려놓고 질주한 ‘중국 엄마’가 받은 처벌 수준 [10]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49 355 3
1416 진지하게 현대차가 곧 망할 수도 있는 이유, 차 안 팔리는데 30%나 더 내놓으라고? [59]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06 5131 40
1415 “속이 다 시원하네” 고속도로 100km/h 정속 주행하던 차주들, 결국 초비상사태 터졌다 [44]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06 6496 10
1414 “와 요즘 기아가 이정도냐…” 폭스바겐 산다고 했다가 개무시 당했습니다 [11]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06 294 1
1413 “사기쳐서 포르쉐 삽니다” 반년 만에 1억 4천 챙긴 오토바이 보험 사기꾼의 정체 [21]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06 3880 10
1412 “이건 슈마허도 못 피하죠” 고속도로에서 이런 사고나면 아무도 책임지지 않습니다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06 190 2
1411 “포르쉐도 다 잡힌다” 구간단속 피하려 갓길 빠졌다 역대급 과태료로 치료받는 상황 [34]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05 4288 9
1410 “거 참 내가 낸다니깐” 7월 ‘이 옵션’ 제대로 안쓰면 100% 사고납니다 [1]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05 245 1
1409 중앙선 침범으로 전손사고 낸 모닝 운전자가 내뱉은 충격적인 말, “그건 내 알 바 아니죠” [19]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05 4567 6
1408 “판매 시작 3분만에…” 쿠팡에 올라오자마자 역대급 실적 기록한 1,000만 원짜리 전기차 [45]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05 5868 2
1407 “그냥 밀어버리고 싶죠” 출근길 정말 짜증나는 운전자 유형 (금융치료 마렵네…) [17]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05 3332 5
1406 “이거 안넣었다 피눈물 흘렸죠” 요즘 신차 살때 넣으면 무조건 돈버는 옵션 [20]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04 4689 1
1405 “영미!” 전국민이 외치게 했던 여자 컬링 국가대표 팀킴이 받은 자동차는? [11]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04 3777 6
1404 “BMW 급 페이스리프트네” 신형 셀토스 디자인에서 놀라운 포인트 발견했습니다 [6]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01 629 3
1403 에어컨 썩은 냄새의 정체가…글로브 박스 열었다가 기절초풍했습니다 [41]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01 6577 11
1402 토레스 무료 광고까지 나서서 하더니…결국 ‘쌍용차 접수’했습니다 [5]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01 3410 5
1401 “쌍둥이라 무시하지 마” 급차이 하나는 확실한 아이오닉 6와 아이오닉 5의 차이점 [3]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01 404 2
1400 “그 돈이면 솔직히…” 최신형 제네시스 대신 이런 차도 살 수 있습니다 [32]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30 4430 6
1399 “명장도 이건 못 걸러내” 사고차 부활시키는 과정 확인하니 충격적입니다 [15]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30 4019 3
1398 “이 도로 대체 뭐야?” 벌써 세 번째, 지나가는 차 침수시키는 갯벌 확인해보니 [32]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30 3879 3
1397 이거로 캠핑을 간다고? 세계 최초 ‘차박용 제네시스’ 한국에 출시됐습니다 [27]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29 4123 7
1396 36년 만에 작정한 현대차, 신형 그랜저에 ‘이 사양’ 추가하는거 최초 포착했습니다 [18]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29 4123 3
1395 “브레이크랑 착각했어요” 한강 주차장 화단으로 돌진한 역대급 초보운전 빌런 [27]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29 4674 5
1394 고속도로 ‘돌빵’에 너무 스트레스 받아서…결국 차주들이 이런 짓까지 하고 있습니다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29 721 2
1393 “롤스로이스도 얄짤 없어” 장마철 쏟아지는 침수차 100% 구분하는 법 [9]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28 2290 2
1392 “이제 와이프 설득해 볼만 해” 하반기 출시 예고한 역대급 SUV (반전 신차 1종 추가) [1]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28 639 1
1391 “죽지 마세요..” 강원랜드 주변에 방치된 섬뜩한 자동차들의 정체 (6년째 방치 중) [27]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28 7382 18
1390 고속도로에서 컨테이너가 쓰러져 죽을 뻔했는데…화물공제 대답은? [11]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27 1404 3
1389 랜드로버보다 더 심한 기아 서비스 수준, 7개월 동안 고객 차 방치했습니다 [4]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27 1493 12
1388 “일주차 하시던가” 아이들 데리고 레고랜드 갔다가 화병 얻고 왔습니다 [36]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27 2999 10
1387 “조만간 보여줄게” 사이버트럭 질문에 일론 머스크가 직접 꺼낸 한 마디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27 419 1
1386 “멱살까지 잡았죠” 기계식 주차 싫어서 주차장 통로에 차세운 역대급 빌런입니다 [2]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27 468 1
1385 요즘 벤츠랑은 달라, 귀여운 외모에 무시했다가 판매량 보고 놀란다는 수입차 [7]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24 6436 5
1384 아반떼를 왜 사나…2,000원대 기름값도 문제없다는 사회 초년생 첫 차 끝판왕입니다 [93]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24 10217 6
1383 제네시스 큰일났네, 전기차 디자인으로 초대박 터트린 미국 브랜드의 결심 [22]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23 4904 5
1382 “오스트랄 아니야” QM6 후속 테스트카 국내 최초 포착됐습니다 [21]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23 3188 2
1381 강남에서 대형 파손사고 났는데도 오히려 구매문의 폭주한 수입차 [19]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22 4657 1
1380 한때 현대차는 라이벌로 취급도 안하며 무시하던 일본 자동차 산업 근황 [57]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22 4367 9
1379 쌍용에 이어 GM까지…하반기 현대차 견제할 역대급 신차 쏟아집니다 [4]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21 2676 3
1378 “포착하자마자 전율이” 실제로 국내서 확인된 올드카의 정체 [22]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21 4629 16
1377 쌍용차 역사상 최초로 현대기아차 고객들까지 발걸음 돌리게 만든 신차 [1]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20 843 3
1376 무려 40년 만에 부활, 밤 12시 넘어서 택시 타면 이제 이런 일 벌어집니다 [35]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20 6649 3
1375 부산모터쇼에서 세계 최초 공개예정인 그차, 테일램프 유출됐다 [1]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20 584 1
1374 벌써부터 역대급 반응, 제네시스가 부산모터쇼에서 최초공개 선언한 신차 [2]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20 713 1
1373 이제는 급발진까지…대기 1년 걸어놓은 예비 오너들이 테슬라 계약 취소하는 이유 [28]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20 3952 6
1372 “이러니 욕먹는 겁니다” 요즘 차 좋아하는 도산대로 학생들이 벌이는 일 [32]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20 5649 11
갤러리 내부 검색
제목+내용게시물 정렬 옵션

오른쪽 컨텐츠 영역

실시간 베스트

1/8

힛(HIT)NEW

그때 그 힛

1/3

뉴스

디시미디어

디시이슈

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