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시인사이드 갤러리

갤러리 이슈박스, 최근방문 갤러리

갤러리 본문 영역

70대 택시 기사의 시내 폭주, “50km/h 도로에서 109km/h 진짜냐고요?”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022.08.19 11:11:44
조회 5454 추천 12 댓글 37
							

50제한 도로에서 100km/h
미쳐버린 총알택시
심지어 어린이보호구역

보배드림 / 과속택시

택시를 탑승하게 되면, 기사님에게 빨리 가달라고 부탁하는 경우가 있다. 예를 들면 부산에서 택시 기사에게 “기차 시간이 얼마 안 남았는데, 빨리 가주세요” 하면 기사는 온갖 방법으로 손님을 빠르게 데려다준다. 하지만 이 사이에는 수많은 도로교통법을 어기면서 주행하기도 한다.

손님 입장에서는 빠르게 목적지에 가는 것도 중요하지만, 안전하게 목적지까지 가는 것도 중요하다. 최근 커뮤니티에 ‘미친 총알택시를 탔는데 신고할 곳 없나요?’라는 제목의 글이 올라왔는데, 어떤 사연인지 알아보자.

유재희 에디터


보배드림 / 택시 과속 구간

보배드림 / 택시 과속

50제한 도로에서
109km/h로 달린 택시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 지난 18일 오전에 글이 올라왔다. 글쓴이는 자신이 새벽 출근길에 택시를 불러 출근을 하던 중이었다. 당시 택시를 타고 가던 중 글쓴이는 해당 택시가 과도하게 과속하는 바람에 너무 무서웠다고 글을 남겼다.

그로 인해 글쓴이는 운행 중 사진을 남겼다. 글쓴이가 지나가던 도로는 주변에 학교가 4개나 있었고, 달리던 도로는 어린이보호구역으로 50km/h 이상의 속도를 낼 수 없던 곳이었다. 하지만 사진에 보이는 것처럼 속도는 109km/h가 찍혔고, 최고 속도는 114km/h를 넘기기도 했다. 결국 글쓴이는 해당 택시 기사를 신고하기 위해 방법을 찾고 있었고, 해당 기사의 번호판과 탑승 시간 등을 자료로 가지고 있다고 말했다.

보배드림 / 과속 택시 게시물 댓글


일부 사례가 아닌
대부분이 과속
물론 모든 택시가 과속하면서 손님을 태우진 않는다. 하지만 글쓴이가 올린 게시물에 달린 댓글에는 과속 택시를 경험한 네티즌들의 증언이 이어졌다. 한 네티즌은 “나이가 80대로 보이는 택시 기사님이 올림픽대로에서 빠르게 달리는 모습에 ‘이분은 이렇게 돌아가셔도 여한이 없으셔서 이렇게 하시는구나’라는 생각을 했다”라고 남겼다.

필자가 경험한 상황도 비슷했다. 당시 내비게이션에 찍힌 소요 시간은 20분 정도의 거리였지만, 필자가 탑승한 택시는 12분 만에 목적지에 도착하기도 했다. 물론 빠르게 목적지에 도착한 것은 장점으로 볼 수 있지만, 탑승하는 내내 불안한 상태였다. 온갖 곡예 운전과 과속을 넘나들면서, 멀미가 날 정도였다. 이에 대해 택시 기사에게 “조금 천천히 가주세요”라고 말했지만 “네”라는 대답과 요청을 무시한 채 다시 과격한 운전을 이어 나갔다.


택시비를 올리려는
택시 업계 사람들
밤늦게 택시를 잡으려면 기본 30분은 기다려야 하고 택시들은 전부 예약등을 켠 채로 다니는 경우들이 많았다. 이런 문제가 심각해지면서 정부는 개인택시 3부제를 실시하고, 심야전용택시 운영을 늘리는 등 다양한 방법을 내놓았지만, 여전히 택시 문제를 해결하지 못했다. 이에 대해 택시 업계는 ‘탄력요금제’를 언급하면서 요금 인상을 해야 한다는 주장을 내세우고 있다.

하지만 실상 요금이 오른다고 해도 대부분의 택시들은 승객을 골라 태울 것이고, 서비스 품질이나 승차난 해소에 효과적이지 않을 것이라는 주장들이 많다. 결국 택시비가 인상되어도 문제는 개선되지 않고 택시 업계만 돈을 더 버는 구조가 만들어진다는 것이다. 일부 택시 관계자들은 일본이나 다른 나라의 택시비와 비교하는 경우들이 많은데, 정작 일본의 택시비를 받기 위해서 국내 일부 택시 기사들의 과격한 운전 습관이 개선되어야 승객들이 요금 인상에 대해 긍정적으로 생각하지 않을까?

오토포스트 주요뉴스



▶ “폭스바겐, 뭐 어쩌라고?” 패기 끝내주던 현대차, 결국 세계에서 인정받았다▶ ‘그 지역’ 허위매물 딜러들도 눈물 흘렸다, 당근마켓에 올라온 100만 원짜리 람보르기니의 정체▶ 진짜 현대차에 졌나? 테슬라가 7월 한국에서 차를 한 대도 못 판 의외의 이유



추천 비추천

12

고정닉 1

6

댓글 영역

전체 댓글 0
등록순정렬 기준선택
본문 보기

하단 갤러리 리스트 영역

왼쪽 컨텐츠 영역

갤러리 리스트 영역

갤러리 리스트
번호 제목 글쓴이 작성일 조회 추천
설문 타투가 보기 싫어 지우고 싶은 스타는? 운영자 22/09/26 - -
1783 SUV라니 수준 떨어져, 페라리처럼은 절대 안 만들겠다는 슈퍼카 브랜드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30 106 0
1782 이건 합성 아닌가? 오직 ‘중국’이기에 가능한 괴짜 튜닝카의 충격적인 실물 [12]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30 3527 2
1781 쏘나타는 이제 뒷전, 아이오닉 6가 쏘나타의 자리를 차지할 수밖에 없는 이유는? [1]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30 94 1
1780 수제차 영역까지 침범한 전기차, 결국 4억짜리 물건이 탄생했습니다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30 87 0
1779 이럴거면 차라리 없애는 게…보조금 0원인데 없어서 못 팔 정도라는 전기차들 [14]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30 2509 2
1778 한국 아빠들밖에 모르는 바보 브랜드 볼보, 이번에 제대로 한 건 했다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30 103 0
1777 계속해서 시동 꺼지는 2억짜리 벤츠, 안 고쳐주는 게 사실 정부 때문이라고? [10]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30 766 0
1776 2022년 국민차 타이틀 확정, 올해 가장 많이 팔린 자동차 확인해보니 놀랍다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29 177 1
1775 살면서 꼭 한번쯤 타보고 싶었던 이차, 요즘 들어 정말 찾아보기 힘든 이유는? [10]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29 2546 4
1774 1.6L 하이브리드 탑재? 올해 출시된다는 신형 그랜저 제원 확인해 보니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29 142 1
1773 무시하는 순간 과태료 폭탄, 운전자 95%가 지키지 않는 교통법규 [19]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29 3215 8
1772 최소 10억 준비하세요, 진짜 돈 많은 부자들은 자동차 이렇게 구매합니다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29 220 1
1771 미국 전기차 제재에 초비상사태, 알고 보니 한국 정부가 직접 판 무덤이었다? [57]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29 3905 18
1770 차 빨리 받게 해 드릴게요 한 마디로 13억 챙긴 국산차 대리점 직원의 최후 [15]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29 3334 1
1769 BMW 역사상 ‘최악의 디자인’이라는 평가 이어지는 신차, 이대로 괜찮을까? [37]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28 3845 13
1768 스포티지 LPG 모델이 QM6를 압도한 비결, 실제 차주들은 이래서 선택했습니다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28 207 1
1767 강원도 산길을 헤집고 다닐 수 있는 이 차의 실 연비가 20km/L라면 믿어지십니까?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28 242 1
1765 베끼지 못하면 차를 못 만드나? 중국 자동차가 절대 성공할 수 없는 이유 [1]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28 176 1
1764 조선 지바겐 등장, 한국 아빠들 벌써 계약 욕심내는 2023년 신상 SUV 5종 [27]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28 4289 3
1763 장애인 주차구역에 떡하니 세워놓은 현대기아 테스트카, 네티즌들 분노 [9]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28 2028 7
1762 여기 주차장이에요! 역대급 비양심 캠핑족들의 만행에 맘카페 회원들 뿔났다 [21]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28 3405 10
1761 아이오닉 6가 아무리 별로여도 한국 전기차 시장에서 대박나는 이유 [3]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27 396 1
1760 안 하는 이유가 있는데… 페라리가 도입한다는 ‘이 사양’ 충격적입니다 [7]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27 2492 1
1759 벌써 완판 됐다고? 디자인 못 생겼다던 신형 벤츠 전기차, 가격 이 정도입니다 [2]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27 300 1
1758 법부터 바꿔야 해, 우회전으로 치매 노인 쳐 놓고 발뺌한 화물차 기사 [10]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27 1654 4
1757 이러면 사실상 시한폭탄, ‘전기차는 시기상조’라며 구매 말리는 이유 [15]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27 2613 28
1756 5분 충전으로 200km 주행? 충전 속도는 이미 한국 뛰어넘은 중국 전기차 [1]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27 257 1
1755 고객 돈 11억 가지고 장난친 현대차 딜러, 결국 이런 최후 맞이했다 [17]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27 3003 1
1754 주차선 침범한 민폐차주… 뜬금없이 옆 차에 침까지 뱉은 이유 [9]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26 1833 1
1753 중국은 벌써…요즘 전기차들이 500km 가도 거리가 부족하다고 하는 이유 [1]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26 322 1
1752 현대기아차에 탑재되는 반자율주행 기능 3시간 연속으로 사용하는 기막힌 방법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26 165 1
1751 요즘 경차에도 잘 안 넣는 이 옵션, 최신형 독일 전기차에 들어갔습니다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26 219 1
1750 팰리세이드 오너들 최대 난제, 불편한 버튼식 기어로 중립주차 가능할까?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26 225 1
1749 한국 슈퍼카들의 무덤, 방지턱 정도는 거뜬하게 넘는 람보르기니 신형 슈퍼카 [26]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26 5497 12
1748 저출산에 땅 덩어리도 좁은데…한국 아빠들은 왜 큰 카니발만 선호할까?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26 260 1
1747 판매 이틀만에 완판, 주문 폭주로 강남 싼타페 예고한 역대급 SUV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26 203 1
1746 멀쩡한 것들이 없어, 도로 위의 오토바이들이 항상 이렇게 다니는 이유 [16]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26 2142 9
1745 잘못 튜닝했다간 곧바로 대형사고, 내차 브레이크 제대로 확인하는 법 [17]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23 4787 1
1744 이제 살 이유가 없다, 신형 C63 공개되자 골수팬들 BMW 계약하러 떠나는 이유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23 557 1
1743 국내 자동차 업계가 분석한 중국 시장, 깜짝 놀랄 결과에 부러울 지경이라고? [16]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23 2629 3
1742 주차 신고당해서 억울하다던 차주의 글이 누구보다 빠르게 삭제된 이유 [15]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23 3559 6
1741 자전거로 지나가는 차 6대 막아버린 남성, 그가 받게 될 처벌 수위는? [40]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23 4687 22
1740 “10만 마일 보증해 준다면서요!” 현대차가 뒤통수 쳤다며 난리난 미국 소비자들 상황 [24]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22 4924 6
1739 “법 다 뜯어고쳐라” 불법 체류자가 음주 뺑소니 사고 내면 받는 처벌 수준 [20]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22 2297 31
1738 “G바겐은 기본” 믿기 어려울 정도라는 두바이 운전면허 학원의 신차 라인업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22 1856 1
1737 아반떼인가..? 국내 고속도로에서 포착된 의문의 테스트카 2종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22 346 1
1735 아이오닉 6 그렇게 자랑하던 현대차를 깨버린 새로운 전기차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22 463 2
1734 “외국인이라 처벌도 못 해” 카니발 한 대의 수상한 행동에 동네가 난리났습니다 [39]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21 3422 27
1733 “태풍 폭우도 견뎠는데…” 누수 절대 없다던 전기차가 한순간에 침수된 황당한 이유 [24]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21 2656 5
1732 “억울해서 죽어도 못 내” 과태료 처분 무시하는 운전자들, 이런 결말 맞이한다 [7]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21 2556 4
갤러리 내부 검색
제목+내용게시물 정렬 옵션

오른쪽 컨텐츠 영역

실시간 베스트

1/8

힛(HIT)NEW

그때 그 힛

1/3

뉴스

디시미디어

디시이슈

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