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시인사이드 갤러리

갤러리 이슈박스, 최근방문 갤러리

갤러리 본문 영역

법부터 바꿔야 해, 우회전으로 치매 노인 쳐 놓고 발뺌한 화물차 기사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022.09.27 09:39:45
조회 1797 추천 4 댓글 10
							

보행자 교통사고 여전히 많다
특히 노인 보행자 사망률 높은데
반성을 모르는 화물차 운전자 화제




도로교통공단의 통계에 따르면, 전국에서 발생한 보행자 교통사고는 2017년 47,377건에서 지난해 35,665건으로 크게 줄었지만, 여전히 높은 수치를 기록하고 있다. 그중 65세 이상의 고령 보행자 사망률은 전 연령 사망률의 3.7배 수준으로 높게 집계됐다.

걸음이 느린 노인의 교통안전을 강화하기 위해 관련 제도와 안전장치 등을 꾸준히 도입하고 있지만, 노인 보행자 교통사고는 줄지 않고 있다. 그리고 최근, 도로교통법 개정을 통해 뜨거운 감자로 부상한 우회전 규칙을 어기며 80대 노인과 충돌한 운전자의 소극적인 태도가 네티즌들의 공분을 사고 있다.

김현일 에디터


사고 직전 모습 / 유튜브 한문철TV 화면 캡쳐

충돌 장면 / 유튜브 한문철TV 화면 캡쳐

사고 이후 연락처 교환 없었다
자진 신고로는 허위 진술까지


지난 22일 유튜브 한문철TV에 올라온 제보 영상에서는, 무리한 우회전 진입으로 횡단보도를 건너던 82세 치매 노인과 충돌한 화물차의 모습이 담겨있다. 충돌 이후 화물차 운전자는 피해자의 상태를 둘러보고는 다시 차에 올라 그대로 가는 듯싶더니 길가에 차를 세우고 피해자를 쫓아갔다.

길거리 CCTV를 통해 확인한 결과 운전자는 노인을 집 앞까지 배웅했고, 연락처를 교환하지 않은 채 그대로 발길을 돌린 것으로 알려졌다. 그로부터 1시간 후, 화물차 운전자는 경찰에 자진 신고하여 사고 사실을 알렸지만 직접적인 충격이 없는 비접촉 교통사고라는 진술을 했다고 한다.

차에서 내려 피해자 상태를 확인하는 운전자 / 유튜브 한문철TV 화면 캡쳐

피해자를 보내고 차로 돌아가는 운전자 / 유튜브 한문철TV 화면 캡쳐

뺑소니 아니라는 경찰 판단
합의도 사과도 안 하는 가해자


피해자 노인은 타이어에 발을 밟혀 6주 진단의 골절상을 입었고, 사건 정황을 알게 된 자녀들은 가해자와 경찰에 구호조치의무 위반이 아니냐는 주장을 한 것으로 알려졌다. 하지만 경찰은 허위 내용이라도 자진신고 했으니 뺑소니 혐의를 적용할 수 없다는 판단을 내렸고, 가해자는 피해자가 사고 당시 “괜찮으니 그냥 가라”고 얘기했다며 구호조치를 충실히 했다고 주장하는 것으로 전해진다.

사건 처리 과정에서 뺑소니 혐의를 벗은 가해자는 운전자 보험에 가입하여 벌금형이 유력하기 때문에 형사 합의를 거부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더불어, 피해자 측에 단 한 번의 사과의 표현도 건네지 않았고, 이에 피해자 자녀들은 법원에 엄벌 탄원서를 제출한 상태라고 밝혔다.

길가에 차를 세우더니 피해자를 쫓아가는 운전자 / 유튜브 한문철TV 화면 캡쳐

피해자를 집 앞까지 배웅하는 운전자 / 유튜브 한문철TV 화면 캡쳐

“운전대 잡지 마라”
네티즌들의 반응은


한편, 이번 사고를 본 네티즌들은, “악마가 운전을 했네”, “강력한 처벌이 있었으면 좋겠네요”, “이번 사건은 정말 참을 수가 없네요”, “저게 뺑소니가 아니다? 경찰은 대체 뭘 하는 거죠?”, “저렇게 운전하는 사람이 실존하긴 하는구나” 등의 반응을 보였다.

이번 제보를 소개한 한문철 변호사는, “담당 판사님께서 이 영상을 꼭 보셨으면 좋겠다”라며 영상을 마무리했다. 부디 피해자가 조속히 쾌유하길 바라며, 가해자도 본인의 행동에 알맞은 태도를 갖추길 바라본다.

오토포스트 주요뉴스



▶ 1년 기다린 소비자들 울상, 출고 밀린 전기차들 내년부터 보조금 또 줄어든다▶ 벌써 완판 됐다고? 디자인 못 생겼다던 신형 벤츠 전기차, 가격 이 정도입니다▶ 안 하는 이유가 있는데… 페라리가 도입한다는 ‘이 사양’ 충격적입니다



추천 비추천

4

고정닉 0

0

댓글 영역

전체 댓글 0
등록순정렬 기준선택
본문 보기

하단 갤러리 리스트 영역

왼쪽 컨텐츠 영역

갤러리 리스트 영역

갤러리 리스트
번호 제목 글쓴이 작성일 조회 추천
설문 법적 싸움에서 절대 지지 않을 것 같은 스타는? 운영자 22/12/05 - -
2082 “차 뒤집어져도 안전해요” 이제는 지붕까지 첨단 기능 탑재…국산차는 언제쯤?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2.05 89 0
2081 “진짜 미친 짓 아닌가요?” 무개념 환경단체가 저질렀다는 충격 만행, 무엇일까? [29]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2.05 2645 13
2080 “다들 불경기인데 돈 어디서 벌어요?” 국내 소비자들의 신차 구매 주기, 충격적입니다 [6]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2.05 1713 7
2079 “영하 10도? 문제 없죠” 겨울철 전기차 주행거리 늘리는 ‘꿀팁’ 알려드립니다 [3]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2.05 1335 2
2078 “경찰 기분따라 단속하네요” 교통법규 잘 지켜도 맘에 안 들면 과태료입니다 [26]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2.05 1930 16
2077 “3년 기다리다 화나서 그만..” 인도에서 직접 만든 사이버트럭, 실물 수준이..? [31]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2.02 8250 19
2076 “사고나도 멀쩡합니다” 금강불괴로 불리는 국산 플래그십 SUV, 진짜 대박이네! [4]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2.02 479 2
2075 “불매 하겠습니다” 70년 전통 머슬카 최신 디자인 공개되자 난리난 미국 현지 상황 [49]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2.02 11441 9
2074 “제발 참아달라”는 요청은 묵살, 자동차 제조사들 ‘이것’까지 없애기 시작했다 [1]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2.02 218 1
2073 “죄송합니다 장사 좀 하겠습니다” 돈독 제대로 오른 벤츠의 구독제 옵션 수준 [55]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2.02 6093 9
2072 “한국은 1억, 중국은 5천만 원” 너무 충격적인 테슬라 가격의 실태 공개됐다 [28]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2.01 3000 2
2071 “싼타페는 디펜더라고?” 작정한 기아 쏘렌토 페이스리프트는 ‘이차’ 닮았다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2.01 333 2
2070 “사고 나면 어떡해요?” 일당 25만 원 주는 현대차 로드탁송 꿀 알바 후기 [10]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2.01 2754 6
2069 미친 금리로 부담 확 커졌다는 자동차 구매, 설상가상 ‘이것’까지 없어진다?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2.01 1234 2
2068 “고향 그립다며 퇴사하더니…” 결국 돌아온 역대급 디자이너, 사장으로 승진했다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2.01 339 4
2067 “한국인들은 벤츠면 그냥 다 사죠?” 해외에서 난리난 E클래스 예상 디자인 [12]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30 1625 3
2066 “M, AMG 결국 다 끝났죠” 대 전기차 시대 펼쳐지니 모든 제조사 큰일 난 상황 [41]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30 4886 11
2065 “일본차 타더니 뻔뻔한 수준이…” 최근 커뮤니티 뒤집어놓은 렉서스 주차 사건 [33]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30 1911 9
2064 ‘대규모 계약 취소’ 사태에 현대차 당황… 대박이라던 현대 그랜저 큰일 났다 [13]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30 1889 4
2063 “3,000원도 없나 보네” 일단 면허부터 뺏어야 한다는 민폐 운전자들 [5]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30 418 3
2062 “쏘렌토 계약 당장 취소해!” 실물로 만난 싼타페 풀체인지, 이렇게 놀랍습니다 [4]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29 650 3
2061 빈 살만 ‘Flex’ 규모… 사우디 축구 대표팀 전체 18억 세단 선물 진짜일까? [6]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29 1033 4
2060 “뒤통수 얼얼하다” 일론 머스크 한 마디에 국내 테슬라 오너들 뒤집어진 이유 [63]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29 8531 25
2059 “적당히들 하시지 그랬어요” 테슬라 오너들 꼼수 이어지자 내려진 최후의 결단 [34]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29 7562 10
2058 “살고 싶으면 꼭 바꾸세요” 겨울철 운전자 목숨이 달렸다는 ‘이것’, 무엇일까? [4]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29 1071 1
2057 무려 11년 동안 사골 끓인 슈퍼카, 역대급 후속 포착에 한국 부자들 ‘난리’ [28]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28 3771 11
2056 “살아있음에 감사나 해라” 사고 후 억울함 호소한 오토바이가 비난받는 이유 [27]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28 4275 9
2055 “현대차 발등에 불 떨어졌다” 아이오닉6 제대로 겨냥했다는 독일산 전기차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28 402 1
2054 우리 주차장에도 있던데, 벌써 누적 생산량 10만 대 돌파했다는 수입 전기 세단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28 340 1
2053 “고장 나는 순간 개죽음” 결국엔 ‘이것’까지 전동식으로 바뀐다는 미래 전기차 [11]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28 3321 1
2052 망하려고 작정했나…갑자기 700만 원 신차 가격 인상에 소비자들 ‘역대급 분노’ [26]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25 6871 6
2051 “나 잡아봐라~” 역주행 킥라니 앞에서는 경찰차도 장사 없네! [35]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25 4606 20
2050 “테슬라는 꼭 망하게 만든다” 독일 업체 폭탄 선언에 초긴장 상태 들어간 상황 [69]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25 6515 11
2049 “이거 KN아니야?” 기아 새 로고 선보이자마자 미국인들 사이에서 난리 난 이유 [12]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25 888 3
2048 “그랜저 계약 취소!” 쏘나타 역대급 예상도에 고민하던 차주들, 죄다 결정 내렸다 [13]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25 723 1
2047 아이오닉 6 재고차 수백대 대란, 분명 처음엔 초대박 쳤다더니 왜 망했나? [8]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25 532 2
2046 “48년 만에 부활합니다” 현대차의 폭탄 선언, 전설의 디자이너까지 소환 [41]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25 6901 32
2045 “벤츠도 잡겠다!” 파격 선언했던 제네시스 신기능, 치명적인 출시 연기 사태 발생 [26]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24 5211 5
2044 “제네시스 버렸다” 공식 의전차 아닌 벤츠 이용한 윤석열 대통령 논란 [153]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24 7276 31
2043 “제발 1대만 사주세요…” 너무 안 팔려 큰일난 캐스퍼, 결국 사상 초유의 폭탄 할인 [219]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24 13400 21
2042 “벌금 폭탄에 피눈물…” 실선에서 차선 변경한 카니발, 과태료 이 정도입니다 [2]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24 612 3
2041 “3천 만 원도 안한다!” 현대차 구매한 사람들 바보 만든 역대급 가성비 전기차 [1]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24 733 2
2040 “우리집 뽀삐가 제일 좋아해요” 신형 레이 그래비티 캐스퍼 압살 완료! [39]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23 3157 8
2039 “중국차도 이렇게 안 만들겠다” 네티즌 경악한 토요타 신형 SUV 디자인 [60]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23 4193 8
2038 “제네시스 대신에 사요?” 일본차인데 계약 폭주, 국산차 차주들 뒤집어졌다 [1]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23 688 2
2037 소식 듣자마자 기존 차주들 난리난 상황, “아반떼 무조건 사수해야 합니다”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23 424 1
2036 강남 아줌마들 역대급 SUV 자존심 싸움, 포르쉐 기 누르는 신차 어느 정도길래? [11]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23 3780 4
2035 “처벌이 약하니까…” 관광버스 기사들이 도로에서 무법자가 되는 이유 [18]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22 2929 7
2034 “제가 시의원인데 말이죠…” 오산 청사에서 진행 중인 스팅어 1인 시위의 진상 [12]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22 1704 5
2033 “오 마이갓 한국차” 아이오닉 6 미국 공개되자 외국인들이 더 난리 [3]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22 577 2
갤러리 내부 검색
제목+내용게시물 정렬 옵션

오른쪽 컨텐츠 영역

실시간 베스트

1/8

뉴스

디시미디어

디시이슈

1/2

힛(HIT)NEW

그때 그 힛

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