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시인사이드 갤러리

갤러리 이슈박스, 최근방문 갤러리

갤러리 본문 영역

빈 살만 ‘Flex’ 규모… 사우디 축구 대표팀 전체 18억 세단 선물 진짜일까?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022.11.29 09:46:41
조회 1150 추천 5 댓글 6
							

카타르 월드컵의 대이변
아르헨티나 꺾은 사우디
빈 살만 왕세자의 플렉스?




세계인의 축제 2022 카타르 월드컵이 성황리에 진행 중인 가운데, 조별리그 1차전에서는 아시아 국가들이 우승 후보를 꺾는 대이변이 잇따랐다. 그 포문을 열어젖힌 것은 사우디아라비아로 지난 22일, 아르헨티나와의 C조 1차전 경기에서 2-1 짜릿한 역전승을 거뒀다.

‘루사일의 기적’을 지켜본 무함마드 빈 살만 사우디아라비아 왕세자는 가족들과 함께 기뻐하는 모습을 SNS를 통해 공개하여 화제가 되었다. 그는 경기 중 큰 부상을 당한 야시르 샤흐라니를 위해 개인 제트기를 동원하고 승리를 축하하기 위해 경기 다음 날을 임시 공휴일로 지정했는데, 대표팀 선수단 전원에게 롤스로이스 1대씩을 선물한다는 보도가 나오기도 했다.

김현일 기자


사우디 대표팀 1인당 1대씩
18억 원 호가하는 롤스로이스


아르헨티나를 꺾은 사우디아라비아 축구대표팀에 뜨거운 관심이 쏟아지던 지난 25일, 말레이시아 매체 ‘말레이메일’은 보도를 통해 “축구 강국 아르헨티나와의 조별리그 경기에서 승리한 사우디아라비아의 모든 선수는 롤스로이스를 보상으로 받게 된다”라는 소식을 전했다.

자세하게는 “무함마드 빈 살만 왕세자가 선수들에게 각각 RM6 밀리언 롤스로이스 팬텀을 제공할 것”이라고 전했는데, 6백만 링깃은 한화로 약 17억 9천만 원에 달한다. 매체는 “1994년 미국 월드컵에서 벨기에를 상대로 최고의 골을 터뜨린 알 오와이란이 비슷한 선물을 받은 바 있다”라며 이 같은 포상이 처음이 아니라고 전했다.

“전혀 사실 아니야”
포상설 일축한 코치진


빈 살만 왕세자의 통 큰 포상 소식은 각국 언론을 통해 급속도로 확산했고, 네티즌들은 “스케일이 완전히 다르다”, “돈은 이렇게 써야지”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하지만 같은 날 진행된 기자회견에서, 에베르 르나르 사우디아라비아 감독은 해당 소문은 사실이 아니라고 일축했다.

르나르 감독은 “우리 선수 중 누구도 왕실로부터 선물을 받은 적이 없다”라며 “지금은 뭔가를 얻을 때가 아니다”라고 선을 그었다. 후속 보도에 따르면 롤스로이스 포상 루머는 ‘빈 살만 왕세자가 선수단 전체에 10억 달러와 롤스로이스를 한 대씩 주기로 했다’라는 인도의 한 사업가의 트위터 게시물 때문에 등장하게 되었으며, 해당 정보를 말레이시아와 중국 매체가 다뤘던 것으로 알려졌다.

사진 출처 = “롤스로이스모터카”

사진 출처 = “롤스로이스모터카”

플래그십 세단의 상징
팬텀Ⅱ 국내 상륙했다


사우디아라비아 선수들이 받는 줄 알았던 롤스로이스 팬텀은 공교롭게도 25일에 신형 모델이 국내시장에 출시되었다. 서울 세종문화회관에서 열린 출시행사를 통해 아이린 니케인 롤스로이스모터카 아시아·태평양 총괄은 “팬텀은 최고급 자동차의 상징이자 기준 그 자체인 모델로 가장 롤스로이스다운 롤스로이스”라며 “새로운 팬텀 시리즈Ⅱ는 젊은 고객의 취향을 만족시킬 수 있도록 스타일에 절묘한 변화를 줬다”라고 설명했다.

1925년 1세대 모델 데뷔 이후, 8세대 부분변경을 맞은 롤스로이스 팬텀은 브랜드를 상징하는 기함급 모델이다. 한국은 지난해 판매량이 전년대비 67% 증가하며 아시아·태평양 지역 중 팬텀이 가장 많이 팔리는 시장으로 거듭났는데, 신형 팬텀은 기존 모델에서 어떤 점이 변했을까?

더 호화롭게 돌아왔다
기존 팬텀과의 차이점은?


롤스로이스 팬텀 시리즈 Ⅱ는 고객들의 요구에 따라 디자인 변화를 최소화한 반면, 취향을 적극 반영할 수 있도록 비스포크 옵션의 폭을 넓혔다. 세부 사항으로는 전면부 그릴 상단과 주간 주행등 사이에 수평선을 추가하여 신선함을 더했고, 헤드라이트에는 별빛처럼 빛나는 레이저 컷 베젤을 적용했다.

그 외 짧은 오버행, 두꺼운 C필러 등 롤스로이스 특유의 라인은 그대로 유지됐으며, 최소 1달의 제작 기간이 소요되는 호화로운 인테리어 역시 동일하다. 실내에서 한 가지 변경점은 스티어링 휠을 약간 두껍게 했다는 점인데, 이는 운전기사를 두지 않고 직접 운전을 선호하는 고객층이 증가한 것에 기인한 변화라고 한다.

2.7t 무게에 제로백 5.3초
팬텀 시리즈 Ⅱ는 어떤 차


팬텀 시리즈 Ⅱ는 기존 6.75L 트윈 터보 V12 엔진을 그대로 장착하여 최고 563마력과 최대토크 91.8kg.m의 힘을 발휘한다. 덕분에 전장 5,770mm, 전폭 2,018mm, 전고 1,646mm, 휠베이스 3,552mm에 달하는 덩치와 2,690kg의 공차중량에도 불구하고 5.3초의 제로백 성능을 자랑한다.

그렇게 최고 250km/h의 속도로 주행할 수 있으며, 130kg에 달하는 흡음재 적용과 무소음 타이어 기술로 외부 소음을 완벽하게 차단한다. 롤스로이스 팬텀 시리즈 Ⅱ는 스탠다드 휠베이스와 익스텐디드 휠베이스, 두 가지 선택지가 제공되며 국내 출시 가격은 7억 1,200만 원~8억 2,600만 원부터 시작한다. 그 외 비스포크 옵션 세부 사항에 따라 가격은 더 높게 책정될 수 있다.

오토포스트 주요뉴스



▶ “뒤통수 얼얼하다” 일론 머스크 한 마디에 국내 테슬라 오너들 뒤집어진 이유▶ “쏘렌토 계약 당장 취소해!” 실물로 만난 싼타페 풀체인지, 이렇게 놀랍습니다▶ “투싼 살 돈으로 수입차 사죠” 가성비로 벌써 6만 대나 팔아치운 SUV, 대박이네!



추천 비추천

5

고정닉 0

0

댓글 영역

전체 댓글 0
등록순정렬 기준선택
본문 보기

하단 갤러리 리스트 영역

왼쪽 컨텐츠 영역

갤러리 리스트 영역

갤러리 리스트
번호 제목 글쓴이 작성일 조회 추천
공지 돈이 되는 개죽이 NFT 공짜 받기! 운영자 23/01/30 - -
설문 붕어빵 잘 팔 것 같은 MZ 연예인은? 운영자 23/01/30 - -
2273 수입차 업계 1위 벤츠도 초비상, 신차 고객들이 다른 브랜드로 빠져 나가는 이유 [2]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08 138 1
2272 “현대차 누르러 왔습니다” 올해 한국 출시 확정된 역대급 수입 전기차 [17]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08 2065 3
2271 “저희도 어쩔 수 없어요” 자동차 보험 업계가 현기차들을 거르기 시작한 이유 [10]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07 2690 25
2270 폭스바겐 CEO의 과감한 저격, “현대차가 하고 있는 건 솔직히 가망 없습니다” [26]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06 2535 6
2269 “람보르기니가 어쩌다가…” 배기음 자체가 사라져버린 이상한 테스트카 포착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06 122 1
2268 “롤스로이스보다 안 팔렸다고?” 역대 최저 판매량에도 철수 안하는 제조사 [7]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27 1751 6
2267 정체 불명의 티볼리 위장막 테스트카 포착, “드디어 8년 만에 풀체인지 되나?” [1]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27 167 2
2266 “현대한테 지다니…” 자존심 제대로 구긴 독일차 브랜드가 준비 중인 신차 [13]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27 4549 1
2265 “4천만 원 실화냐” 코나 하이브리드 가격에 분노한 아빠들이 구매하는 자동차 [1]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27 229 2
2264 전기차 혁신 외치던 세계 1등 제조사, 결국 폭망하더니 ‘이 브랜드’한테도 거절 당했다 [19]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27 5653 5
2263 “이제 현대차 말곤 쳐다도 안 봐요” 판매량 역대급 찍더니 결국 이런 결과 나왔습니다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26 357 3
2262 “남자라면…끓어 오르는 이거 몰라?” 죽기 전에 꼭 한번은 타봐야 하는 자동차 [5]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26 1083 1
2261 “풀옵션 4,000만 원?” 그랜저급 가격 되어버린 신형 코나, 실제로 보면 이런 느낌 [34]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26 1557 4
2260 “죄다 들통나버렸다…” 해외에서 유출된 EV9 출시 정보, 주행거리 이게 맞나?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26 240 1
2259 “사고나면 문이 안 열려…” 요즘 이런 손잡이 달린 차는 무조건 거르는 소비자들 [12]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26 1748 11
2258 결국 대량 취소 사태 발생, ‘폭스바겐’의 어이없는 판매 정책에 돌아서는 소비자들 [19]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25 3442 6
2257 한국 아빠들이 그렇게 사랑했던 볼보, 작년엔 예상 외로 굴욕 당했다고? [3]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25 326 1
2256 “코나 전기차 잡겠습니다” 쌍용의 야심작 데뷔 일정 확정, 스펙 어느 정도길래? [3]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25 266 1
2255 10만 대 계약 됐다던 신형 그랜저 수십가지 결함 발생, “차주들 분노 대폭발” [41]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25 3019 19
2254 “가격 더 낮춘다” 테슬라가 비밀리에 준비 중인 모델3 페이스리프트 위장막 포착 [8]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25 2063 6
2253 “자꾸 불 난다고 얘기해서…” 현대가 최근 공개한 전기차 충돌 테스트 결과 [28]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20 2782 5
2252 “셀토스 시대? 끝났죠” 사회초년생들 매료 시킬 최신형 SUV 등장 [32]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20 3497 4
2251 “빠른 차 원하시면 서두르세요” 신형 코나부터 단종된다는 고성능 모델의 정체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20 265 2
2250 “셀토스 살 이유가 없네” 트림 차별 따위 깨부숴버렸다는 신형 코나의 기능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20 248 1
2249 “풀옵션은 4천만 원” 신형 코나가 비싸졌다고요? 3천만 원이면 충분합니다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20 202 1
2248 “쌍용차는 긴장해야” 기아가 5년 동안 갈고 닦은 신차 출시 예정 [20]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20 2338 4
2247 “미쳤다는 말 밖에 안 나온다..” 신형 코나에만 적용된다는 최신 옵션들 총정리 [5]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19 471 1
2246 “그냥 안 살게요” 정부 발표 하나에 전기차 대기중이던 고객들 집단 취소 사태 [33]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19 4188 11
2245 “토레스에 만족할 때 아니야” 쌍용이 지금 당장 만들어야 하는 신차 [2]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19 302 3
2244 “이거 상술 아니야?” 제조사들이 자율주행 레벨 4를 구현하지 않는 이유 [13]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19 2408 10
2243 “인프라 구축보다 이게 더 급해” 전기차 충전소 설치보다 더 중요하다고 지적된 것 [5]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19 1752 4
2242 ‘그 엔진’ 또 탑재, 아우디가 한국인들 위해 준비한 신차, 실제 예비 오너들 반응은? [1]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18 413 1
2241 “현대차는 어디에?” 모두를 놀라게 만든 유럽 신차 안전도 평가 결과입니다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18 302 1
2240 “결국 자존심 다 무너졌다” 벤츠의 전기차 전용 브랜드 ‘EQ’가 사라지는 이유 [20]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18 7389 15
2239 “실내 너무 밋밋한데?” 코나 풀체인지 실내 확인한 네티즌들 현실 반응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18 271 1
2238 “국산차 제조사도 뛰어넘겠다” 제대로 작정한 벤츠, BMW가 국내시장에 선보일 신차 [18]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18 4917 4
2237 “순양 회장님도 인정하겠네” 뒷자리 하나는 끝내준다는 자동차, 출력은 2,000마력?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17 467 1
2236 “전기차는 사고 나면 화재?” 결국 참지 못한 현대차, 작심하고 다 공개했습니다 [43]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17 5413 9
2235 5년간 급발진 사고 0건, 티볼리 의심 사고는 결국 ‘이렇게’ 처리 됐습니다 [34]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17 5012 20
2234 타이칸으로 재미 본 포르쉐, 이번엔 전 세계 시장 접수하기 위해 신차 출시한다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17 308 1
2233 너무 충격적인 디자인…’포터 풀체인지’가 이렇게 바뀌는 이유가 있다고? [2]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17 422 2
2232 “세상에 태어난 게 죄” 외신마저 눈 감게 한 국산차 최악의 디자인입니다 [52]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16 8579 17
2231 “금리 10%에도 끄떡 없어” 패밀리카로 인기 만점이라는 SUV, 국내 출시 예정입니다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16 405 1
2230 “대체 이런 건 누가 개발했나” 요즘 운전자들이 하나같이 불만 가지는 첨단 기능 [16]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16 4642 2
2229 “채용 비리 싹 다 없애겠습니다” 다 내려놓은 현대차 노조의 파격 선언, 진실은? [56]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16 3357 5
2228 “이건 신성모독 아닌가?” 일본의 롤스로이스라는 ‘이 차’, 결국 이렇게 바뀝니다 [2]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16 472 1
2227 “안되면 싹 다 부도 납니다” 르노코리아 협력사들이 정부에 지원 호소하는 이유 [34]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16 2825 2
2226 모두가 “나오면 산다”라며 칭찬하던 현대차, 국내 실제 판매량은 처참한 이유 [48]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13 4195 7
2225 ‘정확도 90%’ 예상도 전문 유튜버가 그린 신형 쌍용차의 정체 [9]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13 2690 2
2224 불타는 테슬라, 사람들 달려들어 생명 구하고 보니 ‘이런 사람’이었습니다 [27]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13 3420 6
갤러리 내부 검색
제목+내용게시물 정렬 옵션

오른쪽 컨텐츠 영역

실시간 베스트

1/8

뉴스

디시미디어

디시이슈

1/2

힛(HIT)NEW

그때 그 힛

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