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시인사이드 갤러리

갤러리 이슈박스, 최근방문 갤러리

갤러리 본문 영역

“한국인들은 벤츠면 그냥 다 사죠?” 해외에서 난리난 E클래스 예상 디자인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022.11.30 09:30:44
조회 1867 추천 3 댓글 12
							

벤츠 E클래스 풀 체인지 예정
디자인에 국내외 갑론을박
벤츠가 추구해야 할 가치는?

(사진 = 네이버 남차카페 ‘경기II소피아’님 제보)

수많은 수입차 중에서도 한국에서 판매량으로 정점을 찍은 베스트셀러, 메르세데스 벤츠의 E클래스. 적어도 한국에서는 나이와 재산, 성별을 막론하고 가장 많은 사람에게 사랑받아온, 그리고 가장 많이 판매된 모델이라는 점에서, 만약 신형 디자인의 큰 변화가 있다면 가장 많은 호불호를 맞이할 모델이라고도 말할 수 있겠다.

따라서 최근에 등장한 E클래스의 풀 체인지 모델의 예상도가 등장하자 해외와 국내를 막론하고 많은 네티즌이 각자의 반응을 보였다. 수많은 벤츠 라인업, 나아가 신형 모델이 나와도 이 정도 반응을 끌어내는 모델은 쉽게 찾을 수 없었는데, 그만큼 E클래스가 자동차 시장에서 차지하는 비중이 크다는 점을 방증하는 듯하다.

오늘은 이러한 E클래스의 국내 판매량과 공개된 예상도, 위장막 모델과 기존 E클래스의 디자인을 비교해보며 어떠한 점이 바뀌었는지, 그리고 이에 대한 해외 네티즌의 반응은 어떤지 알아보도록 하자.

오대준 기자



2022 BMW 5시리즈 유튜브 / 사진 출처 = ‘GoCars’

2021 E클래스 / 사진 출처 = ‘DRIVE’

브랜드 순위는 2위로 강등
한국 수입차 판매량 1위


정말 이례적으로 국내 수입차 시장에서 벤츠의 순위가 2위로 떨어지는 사건이 최근 발생한 것은 사실이다. 이는 벤츠의 부진이라기보다는 BMW가 기존의 베스트셀러인 5시리즈 외의 여러 라인업을 강화한 결과이다.

이는 2022년 1월부터 11월까지의 수입차 판매량 10위를 살펴보면 알 수 있다. 벤츠가 E, S클래스와 GLE, GLC 등이 10위권에 등재됐지만, BMW는 총 5개의 모델을 10위권에 포함하면서 벤츠보다 더 안정적인 하체를 다졌고, 이것이 천대 차이라는 근소한 차이로 전체 판매량을 추월할 수 있었던 비결이었다.

하지만 E클래스는 여전히 넘을 수 없는 벽이다. 2위인 5시리즈를 6,000대 차이로 따돌리면서 23,133대라는 경이로운 판매량을 기록한 것이다. 하지만 단일 모델에 지나친 의존은 작은 변수에도 크게 흔들릴 수 있는 위험을 수반하곤 한다. 특히 풀 체인지처럼 모델의 디자인 변화가 큰 이벤트가 대표적인 예시라 할 수 있겠다.

(사진 = 네이버 남차카페 ‘구리II지바겐’님 제보)

신형 E클래스 위장막 / 사진 출처 = ‘Carscoops’

기존보다 유해진 새로운 인상
과거 각진 벤츠는 이제 없다


이번 디자인에서 주목할 점 중 하나는 라디에이터 그릴 디자인의 변경이다. 기존에 하단이 넓었던 2021 E클래스와 달리, 이번 예상도와 최근 유출된 전면부 디자인에서는 S클래스의 그릴 디자인을 차용한 것이 확인되었다. 특히 이는 더 과거 E클래스의 그릴 디자인과 흡사하며, 특히 중단부가 늘어나면서 곡선이 강조된 정면부로 인해 2021 E클래스보다 더 유해진 인상을 가지게 되었다.

2010년대를 지나오면서 과거 벤츠에 대해 사람들이 으레 갖고 있었던 ‘각진 디자인’을 더 이상 벤츠에서는 찾아보기 힘들어졌다. 곡선형이 더해진 최근 전반적인 벤츠 디자인은 스포티함과 우아함은 강해진 반면, 과거의 단단하고 각진 듯한 느낌의 진짜 ‘고급차’로서의 정체성은 약해졌다는 평이 많다. 물론 유선형 디자인에 대한 선호와 자동차 디자인과 관련된 안전법의 변화로 인해 변화는 불가피하다는 점도 간과할 수는 없지만 말이다.

2019 벤츠 E클래스 / 사진 출처 = ‘메르세데스 벤츠’

2022 벤츠 S클래스 / 사진 출처 = ‘MotorTrend’

한국과 해외 네티즌 평 갈려
차량 디자인 선호도 극명했다


하지만 앞서 언급한 것처럼 E클래스와 같은 인기 모델들은 작은 디자인 변경에도 많은 사족이 붙기 마련이다. 특히나 이번 디자인 변경에 있어서는 국내 네티즌과 해외 네티즌의 차이가 극렬하게 나뉘었는데, 각각 정리해보자.

국내에서는 해당 디자인에 대한 호평이 이어졌다. 최근 각진 디자인에 대한 수요가 증가한 것은 사실이지만, 여전히 유선형 디자인을 선호하는 디자인 성향이 십분 반영된 것으로 보인다. 이번 전면부의 변화에 대해 인피니티, BMW처럼 곡선 디자인을 가진 브랜드들이 연상된다는 댓글도 찾아볼 수 있었다. 이를 통해 국내에서는 E클래스의 변화에도 열기가 식지는 않을 것으로 예상된다.

반면 해외의 반응은 상당히 차가웠다. 한 네티즌의 평가가 인상적이었는데, ‘E클래스가 아무리 S클래스를 따라가려 해도 축소형 S클래스가 아닌, 덩치만 커진 C클래스에 불과하다’라는 댓글이었다. 즉, 이번 그릴 디자인이 S클래스를 연상시키긴 하지만, 아무리 노력해도 S클래스가 가진 럭셔리카로서의 요소는 가질 수 없다는 것이다.

(사진 = 네이버 남차카페 ‘경기II소피아’님 제보)

신형 E클래스 위장막 / 사진 출처 = ‘Carscoops’

디자인 트렌드도 많이 변했다
하지만 헤리티지 놓치지 말아야


벤츠가 디자인을 선도하던 시절과 지금 사이에는 수많은 디자인 트렌드의 변화가 존재해왔다. 특히 유선형 디자인은 최근 ‘미래지향적 디자인’이라는 명분으로 수많은 브랜드의 디자인에 적용되어왔으며, 기능적으로도 더 우수하다는 점도 빼놓을 수 없는 이유이다. 고급 브랜드로서 더 높은 성능을 지향하는 벤츠 역시 이를 무시할 수는 없을 것이다.

하지만 동시에 벤츠처럼 오랜 역사를 가진 브랜드에 으레 소비자들이 기대하는 전통성, 즉 헤리티지 역시 강력한 소비 동기로 작용한다. 따라서 벤츠에게는 지금까지 유지해왔던 럭셔리 브랜드로서의 헤리티지를 유지하면서, 동시에 기능적으로 우수한, 그리고 트렌드에 뒤처지지 않는 디자인을 구상해야 하는 어려운 과제가 남겨진 셈이다. 물론 이는 벤츠 외에도 많은 브랜드에도 똑같이 주어진 숙제이지만 말이다.


오토포스트 주요뉴스



▶ “M, AMG 결국 다 끝났죠” 대 전기차 시대 펼쳐지니 모든 제조사 큰일 난 상황▶ 2억짜리 벤츠도 예외 없어, 충격적인 뉴욕 주차장의 실태 드러났다▶ 이건 완전 싼타크루즈 아니야?… 결국 미국 브랜드 대반란 시작된다



추천 비추천

3

고정닉 0

3

댓글 영역

전체 댓글 0
등록순정렬 기준선택
본문 보기

하단 갤러리 리스트 영역

왼쪽 컨텐츠 영역

갤러리 리스트 영역

갤러리 리스트
번호 제목 글쓴이 작성일 조회 추천
공지 돈이 되는 개죽이 NFT 공짜 받기! 운영자 23/01/30 - -
설문 붕어빵 잘 팔 것 같은 MZ 연예인은? 운영자 23/01/30 - -
2268 “롤스로이스보다 안 팔렸다고?” 역대 최저 판매량에도 철수 안하는 제조사 [7]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27 1645 6
2267 정체 불명의 티볼리 위장막 테스트카 포착, “드디어 8년 만에 풀체인지 되나?”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27 111 2
2266 “현대한테 지다니…” 자존심 제대로 구긴 독일차 브랜드가 준비 중인 신차 [11]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27 4440 1
2265 “4천만 원 실화냐” 코나 하이브리드 가격에 분노한 아빠들이 구매하는 자동차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27 129 2
2264 전기차 혁신 외치던 세계 1등 제조사, 결국 폭망하더니 ‘이 브랜드’한테도 거절 당했다 [16]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27 5564 5
2263 “이제 현대차 말곤 쳐다도 안 봐요” 판매량 역대급 찍더니 결국 이런 결과 나왔습니다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26 311 2
2262 “남자라면…끓어 오르는 이거 몰라?” 죽기 전에 꼭 한번은 타봐야 하는 자동차 [5]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26 1020 1
2261 “풀옵션 4,000만 원?” 그랜저급 가격 되어버린 신형 코나, 실제로 보면 이런 느낌 [28]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26 1448 4
2260 “죄다 들통나버렸다…” 해외에서 유출된 EV9 출시 정보, 주행거리 이게 맞나?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26 197 1
2259 “사고나면 문이 안 열려…” 요즘 이런 손잡이 달린 차는 무조건 거르는 소비자들 [12]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26 1696 11
2258 결국 대량 취소 사태 발생, ‘폭스바겐’의 어이없는 판매 정책에 돌아서는 소비자들 [17]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25 3399 6
2257 한국 아빠들이 그렇게 사랑했던 볼보, 작년엔 예상 외로 굴욕 당했다고? [3]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25 297 1
2256 “코나 전기차 잡겠습니다” 쌍용의 야심작 데뷔 일정 확정, 스펙 어느 정도길래? [1]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25 240 1
2255 10만 대 계약 됐다던 신형 그랜저 수십가지 결함 발생, “차주들 분노 대폭발” [40]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25 2979 19
2254 “가격 더 낮춘다” 테슬라가 비밀리에 준비 중인 모델3 페이스리프트 위장막 포착 [7]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25 2039 6
2253 “자꾸 불 난다고 얘기해서…” 현대가 최근 공개한 전기차 충돌 테스트 결과 [23]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20 2754 5
2252 “셀토스 시대? 끝났죠” 사회초년생들 매료 시킬 최신형 SUV 등장 [32]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20 3453 4
2251 “빠른 차 원하시면 서두르세요” 신형 코나부터 단종된다는 고성능 모델의 정체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20 253 2
2250 “셀토스 살 이유가 없네” 트림 차별 따위 깨부숴버렸다는 신형 코나의 기능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20 241 1
2249 “풀옵션은 4천만 원” 신형 코나가 비싸졌다고요? 3천만 원이면 충분합니다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20 196 1
2248 “쌍용차는 긴장해야” 기아가 5년 동안 갈고 닦은 신차 출시 예정 [18]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20 2323 4
2247 “미쳤다는 말 밖에 안 나온다..” 신형 코나에만 적용된다는 최신 옵션들 총정리 [5]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19 456 1
2246 “그냥 안 살게요” 정부 발표 하나에 전기차 대기중이던 고객들 집단 취소 사태 [33]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19 4168 11
2245 “토레스에 만족할 때 아니야” 쌍용이 지금 당장 만들어야 하는 신차 [2]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19 288 3
2244 “이거 상술 아니야?” 제조사들이 자율주행 레벨 4를 구현하지 않는 이유 [10]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19 2393 9
2243 “인프라 구축보다 이게 더 급해” 전기차 충전소 설치보다 더 중요하다고 지적된 것 [4]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19 1741 4
2242 ‘그 엔진’ 또 탑재, 아우디가 한국인들 위해 준비한 신차, 실제 예비 오너들 반응은? [1]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18 402 1
2241 “현대차는 어디에?” 모두를 놀라게 만든 유럽 신차 안전도 평가 결과입니다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18 294 1
2240 “결국 자존심 다 무너졌다” 벤츠의 전기차 전용 브랜드 ‘EQ’가 사라지는 이유 [20]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18 7371 15
2239 “실내 너무 밋밋한데?” 코나 풀체인지 실내 확인한 네티즌들 현실 반응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18 266 1
2238 “국산차 제조사도 뛰어넘겠다” 제대로 작정한 벤츠, BMW가 국내시장에 선보일 신차 [18]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18 4904 4
2237 “순양 회장님도 인정하겠네” 뒷자리 하나는 끝내준다는 자동차, 출력은 2,000마력?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17 455 1
2236 “전기차는 사고 나면 화재?” 결국 참지 못한 현대차, 작심하고 다 공개했습니다 [43]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17 5406 9
2235 5년간 급발진 사고 0건, 티볼리 의심 사고는 결국 ‘이렇게’ 처리 됐습니다 [34]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17 5002 20
2234 타이칸으로 재미 본 포르쉐, 이번엔 전 세계 시장 접수하기 위해 신차 출시한다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17 302 1
2233 너무 충격적인 디자인…’포터 풀체인지’가 이렇게 바뀌는 이유가 있다고? [2]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17 410 2
2232 “세상에 태어난 게 죄” 외신마저 눈 감게 한 국산차 최악의 디자인입니다 [49]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16 8564 17
2231 “금리 10%에도 끄떡 없어” 패밀리카로 인기 만점이라는 SUV, 국내 출시 예정입니다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16 399 1
2230 “대체 이런 건 누가 개발했나” 요즘 운전자들이 하나같이 불만 가지는 첨단 기능 [15]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16 4616 2
2229 “채용 비리 싹 다 없애겠습니다” 다 내려놓은 현대차 노조의 파격 선언, 진실은? [56]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16 3353 5
2228 “이건 신성모독 아닌가?” 일본의 롤스로이스라는 ‘이 차’, 결국 이렇게 바뀝니다 [2]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16 457 1
2227 “안되면 싹 다 부도 납니다” 르노코리아 협력사들이 정부에 지원 호소하는 이유 [33]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16 2813 2
2226 모두가 “나오면 산다”라며 칭찬하던 현대차, 국내 실제 판매량은 처참한 이유 [48]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13 4183 7
2225 ‘정확도 90%’ 예상도 전문 유튜버가 그린 신형 쌍용차의 정체 [9]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13 2678 2
2224 불타는 테슬라, 사람들 달려들어 생명 구하고 보니 ‘이런 사람’이었습니다 [25]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13 3410 6
2223 “무식하게 출력으로 경쟁?” 요즘 자동차 제조사들은 ‘이것’으로 서열 나눈다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13 224 1
2222 “당장 계약 취소하고 존버한다” 카니발 페이스리프트 구형과 동시에 포착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13 332 1
2221 “미국판 그돈씨?” 일본 브랜드 힘들어지자 혼자 판매량 급증한 제네시스, 비결은? [73]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12 5158 11
2220 현대차가 세계 1위? 2023 CES에서 공개된 역대급 기술, 제조사 관계자들 ‘난리’ [4]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12 459 1
2219 “대체 왜 저렇게 생겼냐” 라며 난리난 수입차… 알고 보니 이유가 있었습니다 [26]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12 6111 8
갤러리 내부 검색
제목+내용게시물 정렬 옵션

오른쪽 컨텐츠 영역

실시간 베스트

1/8

뉴스

디시미디어

디시이슈

1/2

힛(HIT)NEW

그때 그 힛

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