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시인사이드 갤러리

갤러리 이슈박스, 최근방문 갤러리

갤러리 본문 영역

10만 대 계약 됐다던 신형 그랜저 수십가지 결함 발생, “차주들 분노 대폭발”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023.01.25 10:03:28
조회 3185 추천 19 댓글 42
							

신형 그랜저 결함 이슈
신차에서 동시다발적 발생
품질 이대로 괜찮나?

(사진=’그랜저 GN7 오너스’ 동호회 x 오토포스트)

누적 계약건수 10만 대를 돌파한 신형 그랜저에서 다양한 결함과 품질 관련 문제들이 발생하고 있다. 여기서 ‘결함’과 ‘품질 문제’는 명확하게 구분해야 하는데, 기술적인 문제가 발생하여 차주 스스로 해결이 불가능한 문제는 결함, 단차나 내장재 불량 같은 부분은 품질 문제로 분류해야 한다.

신형 그랜저 동호회 분위기를 살펴보면, 신차에서 수많은 문제들이 발생하여 차주들의 불만이 이만저만이 아니다. 한 회원은 여태까지 출고된 신차에서 발생한 다양한 결함을 리스트로 정리해놓았는데, 어떤 문제가 있었는지 함께 살펴보자.

박준영 편집장


(사진=’그랜저 GN7 오너스’ 동호회 x 오토포스트)

(사진=’그랜저 GN7 오너스’ 동호회 x 오토포스트)

문제 정리한 엑셀 파일 등장
무려 40가지가 넘는 수준


그랜저 GN7 동호회에 들어가서 살펴보면, 수많은 문제들이 나타나는 빈도에 따라 정리해 놓은 엑셀 파일이 존재한다. 내용을 살펴보면, 센터 콘솔 내 트레이가 없거나 중앙 콘솔 내장재 뜯김, 시트 마감 불량, 스키쓰루 부분 소음 발생, 도장 상태 불량, 시트 오염, 몰딩 부분 들뜸 현상, 무선 충전 불가, 운전석 문 닫을 때 내려가지 않는 유리 등의 수많은 품질 문제가 존재한다.

여기에 정차 시 2초 정도 떨리거나 저 RPM에서 시동이 꺼지는 현상이 2.5 가솔린 엔진에서 주로 발생하고 있다. 빌트인 캠 시스템 점검 오류 메시지도 자주 노출된다. 뒷문이 열리지 않는 현상도 많은 차량에서 발생하고 있으며, 문을 닫을 때 유리창끼리 부딪히는 소리가 나고, D 단에서 정차 시 떨림 현상, 주행 중 정차 시 내비 꺼짐 현상, 하이브리드 엔진 경고등 시스템 점검 에러 등 온갖 문제들이 쏟아지고 있다.

(사진=’그랜저 GN7 오너스’ 동호회 x 오토포스트)

(사진=’그랜저 GN7 오너스’ 동호회 x 오토포스트)

(사진=’그랜저 GN7 오너스’ 동호회 x 오토포스트)

연이어 올라오는 문제 관련 글
소비자들 불만 터져 나올 수밖에


여러 가지 문제들이 발생하자 차주들은 불만을 토로하며 각자의 사연을 동호회에 업로드하고 있다. 당장 5분 정도만 살펴봐도 시트 마감 처리 문제 같은 사소한 부분들은 수십 개의 글을 확인할 수 있고, 초기부터 이슈가 됐던 프레임리스 도어 고무 몰딩 이탈 현상 역시 호소하는 차주들이 많은 편이다.

그랜저 XG 이후로 오랜만에 부활한 프레임리스 도어인데 문제가 발생하고 있어 안타까울 따름이다. 이외에도 주행 중 발생하는 여러 가지 경고등 때문에 골머리를 앓는 차주들도 속출하고 있다. 이런 경우엔 곧바로 가까운 서비스센터를 방문하여 조치 받아야 하기 때문에 불만이 터져 나올 수밖에 없다.

(사진=’그랜저 GN7 오너스’ 동호회 x 오토포스트)

(사진=’그랜저 GN7 오너스’ 동호회 x 오토포스트)

(사진=’그랜저 GN7 오너스’ 동호회 x 오토포스트)

5천만 원짜리 차가…
불만 쌓여가는 차주들


여러 가지 결함 소식을 접한 차주들은 불안한 마음을 토로함과 동시에 불만을 쏟아내고 있다. 일부는 “곧 제 차도 나올 건데 매일 결함 게시판만 들락날락하고 있습니다. 이거 출고해도 괜찮을까요?”라며 질문을 하기도 하고, 한 회원은 “이래서 신차는 출시하고 1년 뒤에 사야 된다”라는 말을 남기기도 했다.

수많은 문제들이 발생하고 있지만, 아직까지 현대차의 공식적인 답변은 없는 상황. 차주들이 직접 서비스센터를 방문하여 문제를 해결하는 것 외에는 마땅한 방법이 없는 게 현실이다. 이렇다 보니 일부는 “서비스 때문에 스트레스 안 받으려고 국산차 샀는데 이게 뭐냐”, “5천만 원짜리 차가 왜 이렇냐”라며 강한 불만을 토로하고 있다. 현대차의 빠른 조치가 필요해 보인다.

오토포스트 주요뉴스



▶ “현대도 간만 보는 중” 최근 중고차 업계에 부는 심상치 않은 바람..괜찮을까?▶ “코나 전기차 잡겠습니다” 쌍용의 야심작 데뷔 일정 확정, 스펙 어느 정도길래?▶ 한국 아빠들이 그렇게 사랑했던 볼보, 작년엔 예상 외로 굴욕 당했다고?



추천 비추천

19

고정닉 1

2

댓글 영역

전체 댓글 0
등록순정렬 기준선택
본문 보기

하단 갤러리 리스트 영역

왼쪽 컨텐츠 영역

갤러리 리스트 영역

갤러리 리스트
번호 제목 글쓴이 작성일 조회 추천
공지 공짜 개죽이 받고, 돈 벌어보세요! 운영자 23/02/06 - -
설문 눈빛으로 상대방 제압할 것 같은 기센 스타는? 운영자 23/02/06 - -
2297 “너무한 거 아니냐” 역대급 불만 터진 수입차 업계, 결국 환경부 두손 두발 다 들었다 [6]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04 1333 2
2296 “중국이 세계 제일” 치켜세우던 일론 머스크, 판매량에서 뒷통수 제대로 쳐버렸다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04 94 1
2295 “억지도 이런 억지가 없습니다” 전기차 만들기 싫은 제조사들도 동참하는 이유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04 68 1
2294 끔찍했던 이태원 대참사, ‘구급차’ 가로막고 있던 ‘택시’가 받게 될 처벌 수위는? [25]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03 2333 10
2293 “전기차에 날개가?” 외계인이 만든다는 포르쉐가 작정하고 올해 내놓을 신차 포착 [7]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03 1304 1
2292 “우린 죽어도 전기차 안 만듭니다” 라던 람보르기니, 관계자가 직접 밝힌 내용은… [1]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3 482 1
2291 “중국차도 이 정도는 아니야” 주행 중 초유의 결함 발생한 테슬라, 처참한 품질 수준은? [129]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3 14795 49
2290 “쟤가 운전했어요” 사망한 친구에 누명 씌우려다 들통난 만취 포르쉐 운전자 [158]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3 16559 45
2289 “슈퍼카 자랑 이제 못한다” 하반기부터 법인차에 실시되는 제도에 오너들 ‘분노’ [4]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3 465 5
2288 “운전하는데 갑자기 불이…” 주행 중에 전소된 테슬라 전기차, 대체 왜 그런걸까?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3 162 1
2287 “얼마나 많이 샀는데…” 드디어 민낯 드러난 쌍용 토레스의 충돌 테스트 결과 [6]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2 455 2
2286 “그래봤자 승차거부 할 거잖아요” 껑충 뛴 택시 요금, 과연 이제는 잘 잡힐까? [34]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2 5157 13
2285 “한국 철수? 1위 하겠습니다” 한국 GM 최후의 결단, 상상조차 못했던 신차 쏟아진다 [51]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2 7121 4
2284 “제대로 통수 맞았다” 테슬라 대규모 불매 운동 조짐, 사전 계약자들 역대급 분노 [6]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2 1623 7
2283 ‘저급 짝퉁차’나 만들던 중국…이제는 현대차 위협할 수준까지 치고 올라왔다고? [7]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2 332 1
2282 “대륙의 실수 보여주겠다” 최근 전기차 준비 선언한 기업이 놀라운 이유 [4]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1 441 2
2281 “중학생이 만든 과제같아” 닛산이 공개한 전기차 콘셉트에 네티즌들 경악한 이유 [54]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1 7794 14
2280 “시작 가격 5천만 원?” 신형 코나 일렉트릭 실제로 보면 이런 느낌 [31]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1 3723 4
2279 “가격은 묻지 마세요” 출시하자마자 499대 모두 완판됐다는 한정판 슈퍼카의 정체 [23]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1 5203 4
2278 “대체 무슨 생각이냐” 아파트 주차장에 알박기한 고급 외제차들, 정체 알고 보니… [9]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31 2718 6
2277 “우린 테슬라 잡을 껍니다” 토요타가 최근 건 목표에 콧방귀 끼는 이유 [3]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31 332 1
2276 “최소 15억 입니다” 전 세계 500대 한정 하이퍼카 국내 등장하자 네티즌 반응 [15]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31 2359 5
2275 “BMW가 비빈다고?” 람보르기니 자존심 제대로 긁는 역대급 신차 등장했습니다 [7]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31 1742 3
2274 “쓸모가 없다고 봐야죠” 급발진 의심 사고에 중요한 단서 된다는 ‘이것’, 진짜일까? [2]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31 239 2
2273 수입차 업계 1위 벤츠도 초비상, 신차 고객들이 다른 브랜드로 빠져 나가는 이유 [2]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30 389 2
2272 “현대차 누르러 왔습니다” 올해 한국 출시 확정된 역대급 수입 전기차 [19]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30 2596 6
2271 “저희도 어쩔 수 없어요” 자동차 보험 업계가 현기차들을 거르기 시작한 이유 [17]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30 3255 30
2270 폭스바겐 CEO의 과감한 저격, “현대차가 하고 있는 건 솔직히 가망 없습니다” [33]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30 3116 8
2269 “람보르기니가 어쩌다가…” 배기음 자체가 사라져버린 이상한 테스트카 포착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30 343 2
2268 “롤스로이스보다 안 팔렸다고?” 역대 최저 판매량에도 철수 안하는 제조사 [7]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27 1983 6
2267 정체 불명의 티볼리 위장막 테스트카 포착, “드디어 8년 만에 풀체인지 되나?” [2]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27 311 2
2266 “현대한테 지다니…” 자존심 제대로 구긴 독일차 브랜드가 준비 중인 신차 [13]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27 4776 1
2265 “4천만 원 실화냐” 코나 하이브리드 가격에 분노한 아빠들이 구매하는 자동차 [1]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27 413 3
2264 전기차 혁신 외치던 세계 1등 제조사, 결국 폭망하더니 ‘이 브랜드’한테도 거절 당했다 [19]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27 5837 5
2263 “이제 현대차 말곤 쳐다도 안 봐요” 판매량 역대급 찍더니 결국 이런 결과 나왔습니다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26 495 3
2262 “남자라면…끓어 오르는 이거 몰라?” 죽기 전에 꼭 한번은 타봐야 하는 자동차 [5]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26 1259 2
2261 “풀옵션 4,000만 원?” 그랜저급 가격 되어버린 신형 코나, 실제로 보면 이런 느낌 [38]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26 1786 6
2260 “죄다 들통나버렸다…” 해외에서 유출된 EV9 출시 정보, 주행거리 이게 맞나?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26 337 1
2259 “사고나면 문이 안 열려…” 요즘 이런 손잡이 달린 차는 무조건 거르는 소비자들 [12]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26 2029 11
2258 결국 대량 취소 사태 발생, ‘폭스바겐’의 어이없는 판매 정책에 돌아서는 소비자들 [20]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25 3567 6
2257 한국 아빠들이 그렇게 사랑했던 볼보, 작년엔 예상 외로 굴욕 당했다고? [4]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25 445 1
2256 “코나 전기차 잡겠습니다” 쌍용의 야심작 데뷔 일정 확정, 스펙 어느 정도길래? [3]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25 379 1
10만 대 계약 됐다던 신형 그랜저 수십가지 결함 발생, “차주들 분노 대폭발” [42]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25 3185 19
2254 “가격 더 낮춘다” 테슬라가 비밀리에 준비 중인 모델3 페이스리프트 위장막 포착 [8]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25 2194 6
2253 “자꾸 불 난다고 얘기해서…” 현대가 최근 공개한 전기차 충돌 테스트 결과 [28]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20 2903 5
2252 “셀토스 시대? 끝났죠” 사회초년생들 매료 시킬 최신형 SUV 등장 [32]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20 3658 4
2251 “빠른 차 원하시면 서두르세요” 신형 코나부터 단종된다는 고성능 모델의 정체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20 329 2
2250 “셀토스 살 이유가 없네” 트림 차별 따위 깨부숴버렸다는 신형 코나의 기능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20 317 1
2249 “풀옵션은 4천만 원” 신형 코나가 비싸졌다고요? 3천만 원이면 충분합니다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20 249 1
2248 “쌍용차는 긴장해야” 기아가 5년 동안 갈고 닦은 신차 출시 예정 [20]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20 2452 4
갤러리 내부 검색
제목+내용게시물 정렬 옵션

오른쪽 컨텐츠 영역

실시간 베스트

1/8

뉴스

디시미디어

디시이슈

1/2

힛(HIT)NEW

그때 그 힛

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