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시인사이드 갤러리

갤러리 이슈박스, 최근방문 갤러리

갤러리 본문 영역

단어에 ‘블랙’·‘화이트’ 들어가면 인종차별이라고요?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020.08.04 13:25:31
조회 3024 추천 17 댓글 74
‘블랙’은 부정적, ‘화이트’ 긍정적 단어 많아
애플·구글 등 “차별 뜻 없는 용어로 바꿔야”
일각에서는 “인종차별이랑 상관없어” 반발

5월25일 미국 미네소타주에서 흑인 조지 플로이드가 경찰 과잉진압으로 사망하자 미 전역에서 흑인 차별을 반대하는 운동이 일어났다. 시민들은 ‘흑인의 생명도 소중하다’(Black Lives Matter)라는 구호를 외치며 사회에 만연한 인종차별을 없애자고 호소한다. 일부 기업은 차별 반대 목소리에 응했다. 미국 아디다스는 직원 흑인 비율이 낮다는 지적에 신규 채용 인력 30% 이상을 흑인과 라틴계로 채우기로 했다.


최근 IT업계에서도 인종차별 논란이 있었다. 인권 문제나 직원이 회사에서 부당한 처우를 받은 사례가 나온 것이 아니다. IT업계에서 쓰는 용어가 인종차별적이라는 뜻을 담고 있다는 지적이 나왔다. 원래 뜻과 상관없이 시대의 흐름에 맞게 용어를 바꿔 써야 한다는 목소리가 커지고 있다.



2019년 8월 말을 탄 미국 텍사스 경찰이 무단침입 용의자 흑인을 밧줄로 묶어 이송하자 노예제를 연상시킨다는 비판을 받았다.

출처ABC News 유튜브 캡처

◇부정적인 뜻에만 ‘블랙’···“마스터는 노예제 연상시켜”


구글 엔지니어링 부사장 데이비드 클라이더마흐는 7월 4일 트위터에 올해 ‘블랙햇(Black hat) USA 2020’ 행사에서 연설하지 않기로 했다고 밝혔다. 블랙햇은 컴퓨터 보안 기술을 다루는 세계 최대 규모 정보보호 콘퍼런스다. IT업계에서는 악의적으로 남의 컴퓨터 시스템이나 네트워크에 침입하는 해커를 부를 때 쓰는 말이다. 화이트햇(white hat) 뜻은 정반대다. 네트워크에서 보안 취약점을 찾아내 해커로부터 공격받지 않게 알리는 해커를 뜻한다.


클라이더마흐는 회의 명칭을 문제 삼았다. 그는 “수년간 블랙햇 콘퍼런스에서 해온 공익적인 일들은 고맙지만, 블랙햇이라는 이름은 바꿔야 한다”고 했다. “블랙햇과 화이트햇이라는 단어는 원래 뜻과 전혀 관계가 없다”는 설명이다. 클라이더마흐는 “이 같은 변화는 무의식적인 편견의 벽을 무너뜨릴 것”이라고 말했다.


블랙·화이트햇과 같은 이유로 ‘블랙리스트’(blacklist)와 ‘화이트리스트’(whitelist)도 명칭을 바꿔야 한다는 이야기가 나온다. 블랙리스트는 자동 거부 항목을, 화이트리스트는 자동 승인 항목을 뜻한다. 블랙리스트는 감시가 필요한 위험인물 명단을 부르는 말로도 쓰인다. 반면 화이트리스트는 우대나 혜택을 주는 인물이나 나라를 일컫는다. 블랙햇처럼 ‘블랙’이 들어간 단어가 부정적인 뜻을 담고 있다.


색상을 뜻하는 단어는 아니지만, ‘마스터’(master)와 ‘슬레이브’(slave)도 흑인 차별 용어로 입방아에 올랐다. 이들은 하드웨어나 소프트웨어에서 한 장치가 다른 장치를 제어할 수 있을 때 쓰는 말이다. 마스터는 다른 대상을 제어하는 활성 장치다. 마스터의 제어를 받는 수동 장치가 슬레이브다. 그동안 업계에서는 관용적으로 두 용어를 써왔다. 최근에는 마스터와 슬레이브가 노예제도를 떠오르게 한다는 이유로 다른 표현으로 바꿔야 한다는 지적이 나왔다.

블랙햇 용어를 바꿔야 한다고 주장하는 데이비드 클라이더마흐 구글 엔지니어링 부사장.

출처트위터 캡처

◇IT업계 용어 순화 나서···“과도 해석” 반발도


용어 차별 논란이 불거지자 일부 글로벌 IT기업에서는 용어 순화에 나섰다. 마이클 몬타노 트위터 엔지니어링 팀장은 6월 25일 임직원에게 이메일을 보냈다. 그는 “앞으로 모든 사람을 존중하고 공정하게 대하는 것을 추구하는 ‘포용적인 언어’를 쓰겠다”라며 순화 용어를 제시했다. 블랙리스트는 ‘블록리스트’(blocklist)로, 화이트리스트는 ‘얼로우리스트’(allowlist)로 순화한다. 마스터와 슬레이브는 각각 메인(main)·프라이머리(primary)·리더(leader), 세컨더리(secondary)·레플리카(replica)·팔로워(follower)로 바꿔 쓰기로 했다.


컴퓨터용 공개 운영체제 리눅스도 블랙·화이트리스트, 마스터·슬레이브 등 인종차별 연상 단어를 사용하지 않기로 했다. 블랙리스트는 디나이리스트(denylist)나 블록리스트, 화이트리스트는 얼로우리스트나 패스리스트(passlist)로 수정한다. 세계 최대 소프트웨어 개발 사이트인 깃허브(GitHub)·구글·애플 등도 용어 순화에 동참하고 있다. 존 윌랜더 애플 개발자는 6월 7일 트위터에 블랙리스트와 화이트리스트를 순화 용어로 바꿨다고 적기도 했다.


온라인 커뮤니티에서는 IT업계 용어 순화에 찬성하는 목소리가 크다. 하지만 블랙이나 화이트가 들어간 용어를 무조건 인종차별로 보는 것은 무리라는 의견도 있다. “블랙리스트는 중세 시대 때 문제 인물 명단을 검은 책에 적어서 유래한 용어인데, 검은색이 들어갔다고 흑인 비하라는 건 지나친 해석”이라는 설명이다. 한 네티즌은 “그런 논리라면 노예제를 연상시키는 마스터카드도 회사 이름을 바꿔야 할 것”이라고 했다.


글 CCBB 영조대왕

시시비비랩





추천 비추천

17

고정닉 2

2

원본 첨부파일 1

댓글 영역

전체 리플 0
등록순정렬 기준선택

하단 갤러리 리스트 영역

왼쪽 컨텐츠 영역

갤러리 리스트 영역

갤러리 리스트
번호 제목 글쓴이 작성일 조회 추천
이슈 [디시人터뷰] 관객과 친구가 된 극장, 메가박스 홍대점 오윤석 점장 운영자 20/09/17 - -
3954 여자 혼자 여행 위험한 나라 2위는 브라질, 과연 한국 순위는? [44]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18 1195 5
3953 엄마 아빠 이미 뛰어넘었다, 역대급 호화롭게 준비 중인 베컴 2세의 결 [5]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18 443 1
3952 마지막 가게마저 정리하며 홍석천이 이 악물고 한 말 [7]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18 500 3
3951 '숨길래야 숨길 수가 없다' 외국에서 한 눈에 알 수 있는 한국인만의 특 [4]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18 290 2
3950 처음 놀러 간 여행객들이 '가격표'보고 기겁한다고 소문난 장소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18 245 1
3949 찍었다 하면 좋아요 폭발, 국내 호텔 럭셔리 스파의 내부 모습은? [3]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18 601 1
3948 갑작스러운 퇴사 결정...그땐 이런 일들이 있었습니다 [1]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18 459 1
3947 잘생긴 외모는 거들 뿐, '두바이 장동건'으로 불리는 중동 1등 신랑감이 [19]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18 614 1
3946 5000만원·27평 아파트 준다, 요즘 돈 싸들고 모셔가는 직군 [7]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18 838 1
3945 코로나로 달라진 예절, 명함 이렇게 주고받아야 합니다 [1]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18 321 1
3944 보수적인 일본서 ‘상위 1% 두뇌’ 공주가 다시 뜨는 이유 [61]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18 2591 9
3943 학비 때문에 일찍 돈버는 법 알았던 청년의 대박 아이디어 [6]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18 1376 2
3942 세계 곳곳에서 한국 김치를 사재기했던 이유 있었다 [64]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18 2670 11
3941 “매달 국민연금 내지만 불안한 노후, 거기서 힌트얻었죠” [4]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18 941 1
3940 실제 회사들이 가장 많이 요구하는 건 이 자격증이었다 [12]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18 2614 1
3939 “휴가 갔다오니 안 받아주는 거예요, 그래서 이렇게 했죠” [27]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17 3806 6
3938 '하정우, 주지훈 동행했다' 여배우가 하와이에서 작심하고 한 행동ㅁ [16]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17 4854 3
3937 '김연경보다 내가 먼저다' 원조 배구여신이 만난 남자친구의 정체 [10]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17 3016 11
3936 '여학생들의 워너비' CEO된 1세대 얼짱이 공개한 최근 근황사진 [22]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17 3421 5
3935 연예인 같은 포스를 풍긴다고 난리난 의대생의 일상 사진 [92]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17 6670 6
3934 막내와 17살차, 5남매 장남이라 남들보다 고민 많았죠 [5]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17 1547 1
3932 남성 많은 곳에서 지낸 공대 출신 여성이 하는 말이 [28]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17 4043 5
3931 작품 찍을 때마다 열애설 터졌다는 연예인들 근황 어떻길래... [20]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16 2431 9
3930 중고 사이트에 올라와 논란된 사진, 현직 승무원이 입던 OOO 팝니다 [28]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16 3082 5
3929 일본 일주일 경험한 취재기자 “후쿠시마산 음식 이렇게 속여판다” [56]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16 2172 22
3928 한국인 갑질은 여기가 최고입니다, 응급실 도대체 얼마나 힘들길래 [39]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16 3024 15
3927 재미삼아 만들었는데 난리, 엉겁결에 투잡족 됐죠 [2]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16 3257 3
3926 이걸 신입이 만들었다고? 유명 배우·아나운서도 놀랐다 [2]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16 2898 2
3925 ‘내년 공무원 시험은 장난 아닐거다’ 소문 도는 근거 하나 [25]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16 7999 5
3924 10위가 축구, 여자선수 수입 1~9위 싹쓸이한 운동은? [39]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15 2447 3
3923 10억 받고 퇴사해도 5년 안에 다시 오면 받아줍니다 [5]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15 2084 2
3922 ‘쿵쿵’ 아파트 층간소음 1번에 해결한 엄마의 2억 아이디어 [30]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15 2661 5
3921 '이 정도라고?' 외국인이 무심코 올렸다가 화제 된 한국사진 한 장 [70]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15 6965 8
3920 월 5000만원 벌다가...말 한마디로 하루아침에 망했죠 [133]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15 11509 46
3919 완벽한 김태희에겐 없고 전지현에게는 있는 한 가지 [62]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15 4008 12
3918 '송중기 닮은꼴' 사진 1장으로 유명해진 승무원의 근황 [22]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15 4576 7
3917 충격이다 코로나 와중에 누드해변에서 벌어지고 있는 일 [32]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14 3849 12
3916 '이 정도일 줄이야' 하루 1만 원짜리 제주 렌터카의 불편한 진실 [11]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14 2040 3
3915 어린 시절 한국 방송에 나온 적 있는 이 아이는 커서 이렇게 됩니다 [8]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14 1928 5
3914 '유일하게' 김우빈이 보낸 밥차 받아본 미녀 스타의 달달한 근황 [16]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14 3318 15
3913 DVD 빌려주던 작은 회사가 250조 거인이 되다니… [4]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14 2110 7
3912 예쁘고, 잘생긴 사람만 SNS서 주목받는 게 싫었습니다 [27]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14 3229 6
3911 10㎏ 감량에 탈모·여드름까지…이렇게 1번에 해결했죠 [13]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14 2089 1
3910 코로나·폭염에도 서울 한복판 길게 줄 선 사람들, 이유가 [25]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11 6849 10
3909 '이럴 줄이야' 중국인들이 말한 한국 여행의 실상은 이렇습니다. [231]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11 10207 18
3908 너무 예뻐서 '미녀 수출 제한법' 생겼다는 유럽 여행지는 어디? [341]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11 11865 77
3907 의외의 금액에 두 번 놀랐다 국가대표 금메달리스트의 연금 수준 [63]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11 6880 8
3906 '미친 경사' 최근 SNS에서 화제 된 롤러코스터 다리의 정체 [30]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11 8136 33
3905 더 이상 스타벅스 건물주 없습니다… 요즘 스타벅스에 창업하려면 생기는 [56]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11 7568 9
3904 '노총각만 3500만 명' 돈 없으면 장가 못 가는 중국 도시는 어디 [119]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11 5531 21
갤러리 내부 검색
전체게시물 정렬 옵션

오른쪽 컨텐츠 영역

이슈줌NEW

1/6

힛(HIT)NEW

그때 그 힛

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