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시인사이드 갤러리

갤러리 이슈박스, 최근방문 갤러리

갤러리 본문 영역

“일단 심플해야”…전문가가 꼽은 세계 최고의 로고는?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020.08.06 16:21:46
조회 2382 추천 3 댓글 14

인천공항 "불사조 로고, 안 쓴다"
브랜드 상징하는 기업 로고
돈 들여 바꿨다가 역효과 나기도

인천공항공사의 기존 로고(좌) 온라인에 새로운 로고라고 올라온 시안(우)

출처 : 온라인 커뮤니티 캡처


공사 취업 선호도 1위 인천공항공사가 로고 문제로 입방아에 올랐다. 인천공항은 내년 3월부터 새로운 로고(CI)를 사용할 계획이다. 그런데 온라인 커뮤니티에 인천공항이 곧 발표할 새 로고라고 올라온 시안을 본 네티즌들 사이에서 ‘촌스럽고 이상하다’는 반응이 쏟아졌다. 공사는 로고 속 새가 불사조라고 했다. 하지만 공사 직원들조차 “불사조가 아니라 닭 같다”, “중국 항공사 로고 같다”는 불만을 드러냈다. 디자인에 들어간 비용은 8000만원. 새로운 로고로 광고판·출입증·근무복 등을 바꾸는데 약 50억원이 든다는 사실이 알려지자 세금 낭비라는 비판도 일었다. 해당 로고 디자이너가 구본환 인천공항 사장의 친구라는 의혹이 더해지면서 “구 사장의 질주를 막아주세요”라는 청와대 국민청원까지 올라왔다. 인천공항은 뒤늦게 해명자료를 내 “문제의 로고는 후보 중 하나였지만 최총 탈락했다”고 했다. 또 “디자이너는 관련 학회에서 추천받은 사람으로 구 사장과 관련이 없다”고 해명했다.


◇‘코로나 바이러스 닮았다’ 혹평도 


로고는 브랜드의 첫인상과 이미지를 결정하는 얼굴이다. 그래서 기업은 심혈을 기울여 브랜드 로고를 만든다. 또 시장 상황이나 트렌드에 맞춰 로고를 바꾸기도 한다. 브랜드가 지향하는 바가 달라지기도 하고 디자인 유행도 변하기 때문이다. 하지만 야심 차게 바꾼 로고가 부작용을 불러오기도 한다.  

호주의 새 국가 로고(좌)와 현미경으로 확대한 바이러스(우)를 비교한 사진

출처트위터 캡처

세금 83억원을 들여 만든 호주의 국가 브랜드 로고는 “코로나 바이러스를 닮았다”는 혹평을 받았다. 호주 정부는 올해 7월 호주의 국화인 노란 아카시아꽃 모양을 딴 새 로고를 공개했다. 그러나 국민들의 반응은 싸늘했다. 꽃 모양이 아니라 현미경으로 확대한 바이러스 모양이 떠오른다는 것이다. 여론 조사 결과 응답자의 97%가 로고가 ‘끔찍하다’고 답했다. 하지만 호주 정부는 해당 로고를 기업과 정부기관의 무역·외교 행사 등에서 호주를 대표하는 상징으로 쓸 계획이다.

BMW의 변경 전 로고와 변경 후 로고(좌) 새로운 로고를 사용한 BMW i4 모델(우)

출처BMW 홈페이지

로고를 바꿨다가 조롱을 당한 글로벌 기업도 있다. 자동차 기업 BMW는 3월 새로운 브랜드 로고를 공개했다. 50년 넘게 써오던 검은색 배경을 투명으로 바꿨다. BMW는 “디지털 시대에 어울리는 브랜드로 다가가기 위한 것”이라고 설명했다. 하지만 일부 소비자들의 반응은 그다지 좋지 않다. 투명한 배경색 때문에 흰색으로 쓴 BMW 글씨가 눈에 잘 들어오지 않는다는 것이다. 미국 IT 전문지 ‘더버지’는 BMW의 로고가 고속도로 간판, 종이 문서 등에서 전혀 보이지 않는다고 지적했다. “개방성을 나타내기는 커녕 포토샵에서 실수로 배경을 없앤 것 처럼 엉성해 보인다”고 비꼬았다.


◇바뀐게 없어 비난 받기도 

카이스트의 변경 전 UI(좌)와 후보 시안 2개(우), 함께 공개한 캐릭터(아래)

출처카이스트 공식 홈페이지

그런가하면 돈을 들여 바꿔 놓고 달라진 부분이 없어 뭇매를 맞은 사례도 있다. 카이스트는 2014년 학교를 상징하는 로고(UI)를 새롭게 만들었다. 그동안 UI 교체를 위해 들인 돈은 1억2000만원. 바뀐 로고를 학교 건물에 다시 입히는데도 예산 2억5000만원을 더 쓸 계획이었다. 하지만 로고 변경 시안으로 내놓은 후보 2개 모두 테두리를 바꾼 것 외에는 달라진 게 없다는 평가를 받았다. 교직원과 학생들은 “2개 시안 모두 마음에 들지 않는데 누구 마음대로 돈을 낭비하냐”는 불만을 쏟아냈다. 결국 카이스트는 처음 디자인한 로고를 모두 폐기하고 새로운 로고를 다시 만들어야 했다. 게다가 함께 공개한 새로운 학교 캐릭터는 외계인을 닮은 비호감 외모로 온라인에서 화제에 올랐다. 카이스트는 캐릭터가 각종 유머 사이트와 SNS에서 웃음거리로 쓰이자 결국 공식 홈페이지에서 캐릭터를 삭제했다.


◇심플함과 상징성이 중요 


로고가 처음 나왔을 때는 혹평을 받더라도 시간이 지난 뒤에 좋은 평가를 받는 경우도 있다. 일례로 국민은행은 지금 쓰는 로고를 2002년 주택은행과 합병할 당시 새롭게 만들었다. 금융업계의 별이 되겠다는 뜻을 담아 KB의 K 자리에 별(*) 모양을 넣었다. 박승배 서울과학기술대 디자인학과 교수는 “당시에는 로고가 이모티콘도 아니고 기호를 넣냐는 혹평을 받았지만 지금은 아무도 이상하다고 생각하지 않는다”고 했다.  

KB국민은행 로고(좌) 스타벅스 로고 변천사(우)

출처국민은행 홈페이지(좌) 박승배 교수 제공(우)

그렇다면 잘 만든 로고는 어떤 것일까. 박 교수는 “로고는 심플함과 상징성이 가장 중요하다”고 말했다. 날개 모양 나이키 로고와 삼색선 모양의 아디다스 로고가 대표적이다. 그는 “모든 로고가 다 그런 건 아니지만 대부분 모양이 단순할수록 상징성이 더 잘 드러난다”고 설명했다. 1970년대 스타벅스 로고와 요즘 스타벅스 로고를 비교해 보면 이를 위해 로고를 점점 더 단순하게 바꿔온 것을 볼 수 있다. 기업은 로고를 만들 때 브랜드의 비전과 철학을 담으려고 노력한다. 기업의 비전은 보통 미래 지향적이다. 단순하고 미래지향적인 로고가 잘 만든 로고인 셈이다. 말하자면 간결하고 시간이 지날수록 평가가 좋아져야 한다.


글 CCBB 오리

시시비비랩




추천 비추천

3

고정닉 2

3

원본 첨부파일 1

댓글 영역

전체 리플 0
등록순정렬 기준선택

하단 갤러리 리스트 영역

왼쪽 컨텐츠 영역

갤러리 리스트 영역

갤러리 리스트
번호 제목 글쓴이 작성일 조회 추천
설문 내 회사 영업사원으로 뽑고 싶은 '말빨 갑' 스타는? 운영자 20/09/22 - -
3968 '장동건 닮은꼴' 남편에게 먼저 프로포즈한 여배우가 감동받은 장소 [12]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22 1334 2
3967 셀카에서도 꿀 떨어진다. 7년 연애한 모델 부부가 애정한 장소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22 686 1
3966 항공과 졸업 후 19살에 결혼 골인한 여배우가 결혼 사실 숨긴 이유 [7]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22 1719 5
3965 ‘예상외의 모습’ 헤어진 연예인 커플이 우연히 마주쳤을 때 한 행동 [5]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22 3596 7
3964 누가 빨대를 150만원 주고 사냐고요? 없어서 못 팝니다 [19]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22 2863 3
3963 미스코리아 당선된 뒤 연예계 대신 이 길 선택했죠 [10]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22 3282 2
3962 목조르고 마취없이 꿰매기까지…이게 다 털 때문입니다 [25]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22 1829 6
3961 연차별로 달라요, 걸그룹이 고백 받는 경로와 애용하는 데이트 장소 [5]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21 2339 10
3960 야구선수가 연예인급 비주얼 탑재했을 때 이런 현상이 생깁니다 [27]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21 2718 21
3959 '한효주+이연희' 닮은꼴로 유명했던 신인배우가 팬심 가지면 생기는 일 [25]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21 2463 2
3958 장모님이 얼굴 보고 눈물 흘렸다는 외모 끝판왕 개그맨의 아내는? [37]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21 4167 31
3957 명품 브랜드 버버리가 홀로그램 모델 세운 까닭 [5]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21 4143 3
3956 의사는 안 만나도 되는데, 약사는 만나라고요? [13]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21 1828 6
3955 최저가 검색할 시간에 딴 거 하세요, 저희가 다 해드려요 [9]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21 1791 1
3954 여자 혼자 여행 위험한 나라 2위는 브라질, 과연 한국 순위는? [193]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18 10253 26
3953 엄마 아빠 이미 뛰어넘었다, 역대급 호화롭게 준비 중인 베컴 2세의 결 [46]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18 6937 13
3952 마지막 가게마저 정리하며 홍석천이 이 악물고 한 말 [247]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18 13824 40
3951 '숨길래야 숨길 수가 없다' 외국에서 한 눈에 알 수 있는 한국인만의 특 [81]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18 8496 20
3950 처음 놀러 간 여행객들이 '가격표'보고 기겁한다고 소문난 장소 [25]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18 4291 11
3949 찍었다 하면 좋아요 폭발, 국내 호텔 럭셔리 스파의 내부 모습은? [15]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18 5876 6
3948 갑작스러운 퇴사 결정...그땐 이런 일들이 있었습니다 [16]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18 4592 6
3947 잘생긴 외모는 거들 뿐, '두바이 장동건'으로 불리는 중동 1등 신랑감이 [113]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18 4865 19
3946 5000만원·27평 아파트 준다, 요즘 돈 싸들고 모셔가는 직군 [47]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18 7575 11
3945 코로나로 달라진 예절, 명함 이렇게 주고받아야 합니다 [19]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18 3284 2
3944 보수적인 일본서 ‘상위 1% 두뇌’ 공주가 다시 뜨는 이유 [87]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18 3486 15
3943 학비 때문에 일찍 돈버는 법 알았던 청년의 대박 아이디어 [6]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18 1687 2
3942 세계 곳곳에서 한국 김치를 사재기했던 이유 있었다 [72]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18 3486 11
3941 “매달 국민연금 내지만 불안한 노후, 거기서 힌트얻었죠” [4]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18 1099 1
3940 실제 회사들이 가장 많이 요구하는 건 이 자격증이었다 [15]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18 3037 1
3939 “휴가 갔다오니 안 받아주는 거예요, 그래서 이렇게 했죠” [28]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17 4039 6
3938 '하정우, 주지훈 동행했다' 여배우가 하와이에서 작심하고 한 행동ㅁ [17]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17 5126 3
3937 '김연경보다 내가 먼저다' 원조 배구여신이 만난 남자친구의 정체 [11]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17 3194 11
3936 '여학생들의 워너비' CEO된 1세대 얼짱이 공개한 최근 근황사진 [23]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17 3775 6
3935 연예인 같은 포스를 풍긴다고 난리난 의대생의 일상 사진 [100]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17 7015 6
3934 막내와 17살차, 5남매 장남이라 남들보다 고민 많았죠 [5]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17 1635 1
3932 남성 많은 곳에서 지낸 공대 출신 여성이 하는 말이 [28]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17 4265 5
3931 작품 찍을 때마다 열애설 터졌다는 연예인들 근황 어떻길래... [20]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16 2572 9
3930 중고 사이트에 올라와 논란된 사진, 현직 승무원이 입던 OOO 팝니다 [30]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16 3288 5
3929 일본 일주일 경험한 취재기자 “후쿠시마산 음식 이렇게 속여판다” [59]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16 2357 24
3928 한국인 갑질은 여기가 최고입니다, 응급실 도대체 얼마나 힘들길래 [40]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16 3182 16
3927 재미삼아 만들었는데 난리, 엉겁결에 투잡족 됐죠 [2]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16 3315 3
3926 이걸 신입이 만들었다고? 유명 배우·아나운서도 놀랐다 [2]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16 2989 2
3925 ‘내년 공무원 시험은 장난 아닐거다’ 소문 도는 근거 하나 [25]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16 8199 5
3924 10위가 축구, 여자선수 수입 1~9위 싹쓸이한 운동은? [39]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15 2536 3
3923 10억 받고 퇴사해도 5년 안에 다시 오면 받아줍니다 [6]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15 2178 3
3922 ‘쿵쿵’ 아파트 층간소음 1번에 해결한 엄마의 2억 아이디어 [32]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15 2791 6
3921 '이 정도라고?' 외국인이 무심코 올렸다가 화제 된 한국사진 한 장 [70]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15 7092 8
3920 월 5000만원 벌다가...말 한마디로 하루아침에 망했죠 [136]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15 11725 46
3919 완벽한 김태희에겐 없고 전지현에게는 있는 한 가지 [62]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15 4111 12
3918 '송중기 닮은꼴' 사진 1장으로 유명해진 승무원의 근황 [22]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15 4717 7
갤러리 내부 검색
전체게시물 정렬 옵션

오른쪽 컨텐츠 영역

이슈줌NEW

1/6

힛(HIT)NEW

그때 그 힛

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