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시인사이드 갤러리

갤러리 이슈박스, 최근방문 갤러리

갤러리 본문 영역

누가 빨대를 150만원 주고 사냐고요? 없어서 못 팝니다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020.09.22 11:48:34
조회 4161 추천 4 댓글 27

명품 브랜드 루이비통이 최근 빨대 세트를 출시했다. 얼핏 보면 지갑 같지만 열어보면 빨대 6개와 세척용 브러시가 들어있다. 고급스러운 금색과 은색 빨대 위에는 루이비통 로고인 LV마크가 모노그램으로 새겨져 있다. 케이스는 천연 소가죽으로 만들었다. 가격은 1300달러로 한화 150만원 정도다. 홈페이지의 제품 소개 글을 보면 이 제품은 파티 등에 적합하다고 설명한다. 누가 빨대 세트를 150만원씩이나 주고 사겠나 싶지만 실제로 이런 고가의 브랜드 굿즈를 구매하는 소비자가 적지 않다고 한다. 럭셔리 브랜드가 내놓은 다양한 굿즈를 알아봤다.


최근 루이비통이 출시한 150만원짜리 빨대세트.

출처루이비통 홈페이지 캡처

1억원이 넘는 루이비통의 푸스볼 테이블.

출처루이비통 홈페이지 캡처

샤넬, 에르메스에 이어 세계 3대 명품 브랜드 중 하나로 꼽히는 루이비통은 브랜드 창립 초기부터 옷, 신발, 가방뿐 아니라 다양한 라이프스타일 관련 제품을 꾸준히 출시하고 있다. 게임 도구, 스포츠·레저 제품, 가구, 컬렉터 제품 등 종류 또한 다양하다. 세계적인 명품 브랜드가 만들어서 그런지 가격도 상상 이상이다. 지난 5월에는 무려 1억원짜리 푸스볼(foosball) 테이블을 내놓았다. 푸스볼이란 테이블 축구를 뜻하는데 테이블에 있는 스틱을 조정하면서 간단하게 축구 게임을 할 수 있다. 총 6가지 모델로 가격은 7만5500달러(한화 8900만원)부터 9만3000달러(한화 1억1000만원)로 다양하다. 게임용품 하나가 서울에 있는 웬만한 월셋집의 보증금 수준인 것이다.


이 밖에도 루이비통은 보드게임 중 하나인 젠가(블록 탑으로 하는 보드게임)를 출시하기도 했다. 보통 젠가는 나무로 만들어져있지만 루이비통은 메탈 소재의 블록 54개를 사용해 제품을 만들었다. 가격은 410만원으로 블록 한 개에 7만원 꼴인 셈이다. 또 덤벨 354만원, 핑퐁 세트 297만원, 발리볼 354만원, 줄넘기 88만원 등 여러 굿즈를 판매하고 있다. 

샤넬 테니스 라켓을 들고 있는 할리우드 스타 카일리 제너, 샤넬 테니스 라켓과 요가매트.

출처카일리 제너 인스타그램, 샤넬 홈페이지 캡처

샤넬이 출시한 패들보드는 약 2340만원이다.

출처샤넬 홈페이지 캡처

이처럼 옷이나 신발, 가방뿐 아니라 라이프 스타일 전반에 관련한 제품을 생산하는 명품 브랜드가 늘고 있다. 프랑스 명품 브랜드인 샤넬은 테니스 라켓, 럭비공, 농구공, 스노보드, 보트, 스키용품, 승마용품 등 스포츠용품 위주의 이색 굿즈를 출시하고 있다. 샤넬 브랜드 로고가 큼지막하게 박혀있는 테니스용품은 가수 지드래곤, 할리우드 스타 카일리 제너 등 유명 셀럽들이 들고나와 화제를 모으기도 했다. 제품을 출시할 때마다 고가의 가격도 이슈다. 샤넬이 출시한 부메랑은 약 220만원, 패들보드 약 2340만원, 테니스 라켓 약 190만원, 테니스 공 49만원, 요가 매트 약 770만원에 달한다. 이 밖에도 에르메스의 마작 게임판(4500만원), 가죽 제품으로 유명한 프랑스 명품 브랜드 벨루티의 축구공(약 770만원)이 소비자의 큰 관심을 받았다.

고야드가 출시한 개 밥그릇은 약 220만원이다.

출처고야드 인스타그램 캡처

명품 브랜드가 출시하는 이색 제품은 게임용품이나 스포츠용품에서 그치지 않는다. 프랑스 명품 브랜드 고야드는 여행용 개 밥그릇을 선보였다. 가격은 약 220만원으로 일반 직장인의 월급 수준이다. 문구용품이나 장식품을 선보인 곳도 있다. 프라다의 머니클립(약 34만원), 구찌의 지우개(약 14만원), 주얼리 브랜드인 티파니앤코의 실뭉치(약 1410만원)가 대표적이다. 에르메스는 종이가 날아가지 않도록 누르는 데 사용하는 문진을 약 100만원에 내놓기도 했다. 

에르메스 문진(좌), 티파니앤코 실뭉치(우).

출처에르메스·티파니앤코 홈페이지 캡처

생필품도 아닌데 이런 고가의 제품을 사는 사람이 있을까 하는 생각이 들 법도 하지만 실제로 명품 브랜드의 이색 제품을 구매하는 이가 적지 않다고 한다. 최근에는 양쪽에 끈이 달려 쇼핑백처럼 생긴 발렌시아가의 가죽가방(125만원)이 출시 이후 며칠 만에 품절되기도 했다. 전문가들은 예쁘고 새로운 것을 찾는 소비자의 심리와 레어품에 대한 소장 욕구가 주요한 이유라고 설명했다. 또 특정 브랜드에 대한 애정이 구매로 이어진다고 한다.


한 명품 브랜드 MD는 “고가의 굿즈를 구매하는 고객의 경우 제품 하나를 사기 위해 오랜 시간 돈을 모아 사기보단 정말 갖고 싶거나 본인에게 어울린다고 생각하면 주저 없이 산다”고 말했다. 실제로 한 명품 브랜드의 VIP인 A씨는 “명품 브랜드의 이색 제품을 사는 가장 큰 이유는 그만한 가격을 지불할 수 있는 경제적 여유가 되기 때문이다. 단순히 남에게 부를 과시하는 플렉스(flex)를 위해 사기보단 제품이 예쁘고 마음에 들어서 사는 경우가 대부분이다. 남에게 보여주기식으로 사기에 이런 굿즈는 가격대가 정말 높다. 딱히 남에게 자랑하기 위해서라기보다는 자기만족으로 사는 경우가 많다. 또 평소 명품 브랜드 제품을 자주 이용하면서 자연스레 브랜드에 대한 관심과 애정도 높아진다. 이색 굿즈를 수집하는 의미로 사기도 한다”고 설명했다.


이은희 인하대 소비자학과 교수는 “명품 브랜드가 가방이나 옷, 신발 등에서 벗어나 여러 종류의 상품을 출시하면서 브랜드의 다양화를 꾀하고 있다. 흔하지 않은 제품을 출시하면서 소비자는 새로움을 느끼고 관심을 보인다. 또 일반적으로 소비자는 희소성에 대한 가치를 중요하게 생각한다. 다른 사람이 가지고 있지 않은 나만의 것을 원해 고가의 명품 굿즈를 구매하는 경우도 있다”고 말했다.


글 CCBB 귤

시시비비랩


추천 비추천

4

고정닉 1

16

원본 첨부파일 1

댓글 영역

전체 리플 0
등록순정렬 기준선택

하단 갤러리 리스트 영역

왼쪽 컨텐츠 영역

갤러리 리스트 영역

갤러리 리스트
번호 제목 글쓴이 작성일 조회 추천
설문 사극이 찰떡, 한복핏 완벽한 여자 스타는? 운영자 20/10/20 - -
4104 아이유가 중1 때부터 시작한 일기 쓰기를 그만 둔 이유 [3]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5:23 227 1
4103 제주서 자동차 100대로 시작해 9년 만에 1조 ‘초읽기’ [1]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5:21 75 1
4102 코로나 10개월…사무실에 제 책상이 없어졌어요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5:17 70 1
4101 반전매력으로 몰표받은 서울대 출신 '남자 2호', 지금은... [1]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5:14 558 2
4100 미친 거 아니냐, 외국 길거리의 흔한 OOO 수준에 경악한 이유 [11]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5:12 831 8
4099 한두 푼도 아니고...명품백 열 때마다 분노가 치솟아요 [5]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5:08 787 1
4098 “체육관 아니라 집이에요” 해외이주 선택한 여배우가 사진 올리자... [2]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5:06 727 3
4097 당시 행사비가 '차한대 값'였다던 국민MC들, 지금은... [12]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20 2867 5
4096 방황하던 탁재훈 안정 찾게 해준 CEO 아버지의 한마디 [7]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20 1309 3
4095 같은 브랜드여도 오직 제주도에 가야만 맛볼 수 있다는데... [1]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20 849 1
4094 '이건 차별 아니냐' 가장 엄격하게 코로나 대응한 나라에서 벌어진 일 [21]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20 3823 8
4093 통상 받는 대관료 할인 못 받고 정가 다 내야 했습니다 [18]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20 3413 3
4092 마세라티 타고 출근하는 신입, 오너 아들인 줄 알았더니… [26]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20 5459 5
4091 ‘패션왕’은 해봤으니…이번엔 ‘리빙왕’입니다 [4]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20 1455 1
4090 '투숙객들이...' 매니저 폭로로 알게된 호텔 비위생 물품 [23]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9 2963 4
4089 먹던 음식 환불 코스트코에 자극받은 이마트가 내놓은건... [46]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9 3068 6
4088 요만한게 12만원, 울릉도에서만 맛볼 수 있는 '독도새우'의 가격 수준 [38]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9 2063 4
4087 하루아침에 인스타 탈퇴하고 이효리가 남긴 말 [54]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9 7118 11
4086 “중국 물 먹은…” 싸늘한 반응에도, 한국에선 바로 1위 [115]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9 8044 11
4085 쫄딱 망했던 ‘미스코리아 진’은 이렇게 부활해 200억 찍었다 [6]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9 4452 6
4084 시립대 친구들보다 2.3배 더 받아요…장학금 1위 대학은? [21]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9 2409 8
4083 오직 부산에만 존재, 노선표에 없는 숨겨진 지하철역의 놀라운 정체 [83]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6 7781 38
4082 틀고 자면 죽는다고? 외국인은 절대 이해못하는 한국인들만의 미신 [97]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6 3952 13
4081 유학생도 놀랐다, 일본에만 존재하는 기괴한 문화에 충격받은 이유 [107]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6 12704 23
4080 그걸 왜 사용하는데!? 외국인들이 용도 알면 충격받는 뜻밖의 한국 물건 [107]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6 10450 14
4079 방송 나갔다 빼어난 외모로 실검 주인공된 고양이 보은녀, 근황 사진 [96]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6 13408 73
4078 90억 아파트 자랑했던 권지용, 제대하자마자 놀라운 재산 화제 된 이유는 [70]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6 9577 36
4077 보증금과 월세만으로도 빠듯한 데...도대체 왜 권리금까지 내야 하는거죠? [21]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6 2676 7
4076 한국 떠난 일본인들이 가장 그리웠던 2위 인터넷 속도, 1위는? [147]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6 7563 17
4075 벤츠 S63… 을왕리 사고 다음 날, 잠깐 올라왔던 글에는 [12]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6 4488 11
4074 애 낳으면 12억 드려요 허경영 뛰어넘는 남자 나타났다 [32]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6 4304 25
4073 고구마를 반으로 갈랐더니…대체 이걸 어떻게 넣은거죠? [40]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6 3747 23
4072 재택근무는 미친 짓…백신 나오면 12시간안에 출근해라 [11]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6 2288 7
4071 커피 때문에 잠 못자는 사람들에게…삼성맨이 전한 희소식 [8]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6 2417 7
4070 유명 개그맨이 별안간 홈쇼핑에서 털 민 이유 [4]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6 2179 2
4069 이제야 숨통 트여요, 토익이 이렇게 바뀌어서… [8]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6 3114 4
4068 월 300만원 통행료 인증하자 화제된 대한민국 1위 비싼 고속도로 [23]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5 3060 12
4067 충격이다, 해변에서 서핑했을 뿐인데... 420만 원 벌금 낸 여성 [22]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5 2274 3
4066 못생겨졌어요, 지금보다 예쁘다는 걸그룹 센터 과거 모습은 이정도입니다 [17]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5 4972 11
4065 도연님처럼 살고 싶어요, 라는 말에 장도연이 한 말 [14]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5 2899 7
4063 중고차 살 땐 안전벨트 꼭 보시고 이렇게 돈도 아끼세요 [9]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5 2039 2
4062 불과 1년 전엔 상상도 못했다, 스타들까지 빠진 아이템 [4]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5 2242 2
4061 서강대 다니면서 매달 8000만원씩 찍고 있어요 [23]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5 4342 6
4060 순간 경악했어요 인도네시아 관광지에서 보고 충격받은 장면 [23]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4 3089 6
4059 한국인들이 처음 괌 놀러 가면 겪는 문화충격 [14]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4 3075 5
4058 신의 직장 타운, 서울 부럽지 않다는 이곳은 어디? [11]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4 1463 5
4057 (팩폭주의) 미국인들이 생각하는 한국 여행의 첫 이미지는? [64]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4 4947 15
4056 으레 동남아나 제주서 왔겠지 생각했던 망고의 대반전 [16]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4 3079 6
4055 패스트푸드 주차장 바닥에서 숙제하는 초등생, 이유가… [9]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4 3149 12
4054 육사 수석·서울대 졸업 개그맨이 따려는 자격증은? [27]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4 2781 9
갤러리 내부 검색
전체게시물 정렬 옵션

오른쪽 컨텐츠 영역

이슈줌NEW

1/6

힛(HIT)NEW

그때 그 힛

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