갤러리 이슈박스, 최근방문 갤러리

갤러리 본문 영역

1달만에 1200% 증가…코로나 장기화에 이게 뜬다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020.11.27 16:57:44
조회 5887 추천 2 댓글 27

개성 죽이는 보건용품에서 멋을 더해주는 패션템으로

헐리우드 스타의 패션 마스크 화제 “거부감 줄어”

마스크 관련 액세서리 판매도 급증세



마스크가 진화 중이다. 코로나19가 장기화되며 거추장스럽던 보건용품 마스크가 주요 생필품으로 자리잡았다. 어차피 쓰는 것 멋지게 쓰면 좋지 아니한가. 해외에서는 인기 배우 등 셀럽들이 자신의 의상이나 가방 등과 어울리는 마스크를 쓰고 마스크 패션을 뽐낸다. 


◇셀럽이 쓰는 저 마스크 나도 써볼까…


/인터넷 화면 캡처

미국의 배우 마일리 사이러스와 그의 남자친구 코디 심슨(왼쪽 사진)이다. 밀리터리 팬츠와 검은색 티셔츠를 입은 사이러스의 마스크에서 럭셔리한 구찌의 로고가 눈길을 잡아 끈다. 역시 구찌라 멋있는 것일까. 그런데 코디 심슨의 검은색 장갑은 그냥 라텍스 재질의 위생장갑이라고 한다. 꼭 비싼 제품이 아니어도 패션 아이템으로 손색이 없다. 미국 배우 벨라 손 역시 샤넬 로고가 박힌 마스크를 쓴 모습이 포착됐다. 샤넬 로고가 주는 강렬함이 한 몫 하지만, 역시 마스크와 셔츠의 색감이 자연스럽게 어울리기에 멋스럽지 않을까.

/인터넷 화면 캡처

모델 신디 크로포드(왼쪽 사진)는 최근 레인보우 블라우스에 어울리는 마스크를 착용한 사진을 공개했다. 이 마스크는 블라우스를 만들면서 남은 자투리를 이용해 만들었다고 하니 환경도 지키는 ‘개념’ 마스크 되겠다. 유명 스타일리스트 레이첼 조는 아들과 함께 호피 프린트의 커플 마스크를 쓴 사진을 공개했다. 대형·소형을 한 세트로 판매하는 이 마스크로 가족의 건강과 스타일을 모두 챙긴다는 콘셉트라고 한다.

/인터넷 화면 캡처

정치인도 마스크를 패션템으로 활용한다. 낸시 펠로시 미국 하원의장이 발언대에 서면 그의 발언 못지 않게 눈길을 끄는 것이 바로 마스크 패션이다. 오렌지색 정장에 맞춰 오렌지 프린트의 마스크를 쓰는 식이다. 펠로시 의장의 ‘마스크 패션’을 뉴욕타임스가 분석 기사를 내놓기도 했다.


◇마스크 케이스, 마스크 목걸이 등 액세서리도 인기

마스크 목걸이를 한 배우 강동원(왼쪽). tvN ’여름방학’의 정유미, 박서준. /인터넷 화면 캡처

국내에서도 다양한 패션 마스크가 인기를 끌고 있다. 주요 백화점 매장에는 패션 마스크 브랜드의 팝업 매장이 마련됐다. ‘르마스카’ 등 패션 마스크 브랜드도 특수를 누리고 있다. 국내에선 마스크 자체를 통해 패션 감각을 뽐낼 수 있는 아이템 뿐 아니라 마스크 목걸이, 마스크 패치 등 관련 액세서리도 인기다. 11번가가 데이터를 보면 지난 9월 마스크 액세서리 관련 검색 횟수가 전달 대비 1200% 증가했다고 한다. 이밖에 마스크 보관 케이스, 피부를 보호를 위해 마스크에 부착하는 얼굴 가드형 액세서리, 휴대용 LED 마스크 살균 건조기, 입냄새를 제거하는 아로마 피톤치드 패치 등도 인기다

글 CCBB 가마돈
시시비비랩


추천 비추천

2

고정닉 1

41

원본 첨부파일 1

댓글 영역

전체 댓글 0
등록순정렬 기준선택
본문 보기

하단 갤러리 리스트 영역

왼쪽 컨텐츠 영역

갤러리 리스트 영역

갤러리 리스트
번호 제목 글쓴이 작성일 조회 추천
4595 “왜 무료 강의하느냐” 질문에, 1타 강사가 한 말 [1]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04 39 0
4594 “액체로 된 금” 지구 반대편서 대박 터진 한국산 음료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02 36 0
4593 삼성·LG 말고 저희도 있어요, 세계가 주목한 한국 기업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01 15 0
4592 1달만에 20억원 어치 팔렸다, 요즘 난리난 과자 [151]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22 9658 10
4591 갈비뼈 드러낸 괴물이 이효리 춤 선생님이었다니… [25]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22 11962 2
4590 “반말 안 된다” 주임원사들 인권위 진정에 와글와글 [308]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22 12328 34
4589 6년째 ‘별다방’서 편견 깨고 있는 29살입니다 [72]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22 8047 49
4588 국내 10명뿐이란 말에 1번, 연봉에 또 1번 놀랐다 [36]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22 6696 7
4587 331억 찾아 돌려줬다, 한국에 이런 공무원도 있습니다 [48]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22 4717 19
4586 눈길 뚫고, 22㎞ 밤새 걸어 출근한 그의 직업은? [18]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22 2493 3
4585 요즘 과학고에서 의대 가면…반환금은 얼마? [21]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22 2931 7
4584 “코로나 희망 보인다” 의학계도 놀란 담배회사 기술 [40]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22 5199 6
4583 수능 앞두고 가출했던 ‘5등급’ 고3, 지금은… [18]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21 4359 8
4582 “광주까지 가서 봅니다” 중고생까지 몰린 시험 [59]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21 6695 8
4581 “악인도 변호 받을 권리 있다”…네티즌 부글부글 [166]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21 4907 25
4580 김치에서 찾았다, 강남 성형외과 원장의 반전 사업 [27]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20 2602 3
4579 91년생 보험사 직원은 추워지면 이렇게 변합니다 [9]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20 2321 1
4578 평일 업무시간 호텔방서 나온 30대 직장인, 이유가 [3]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20 2420 1
4577 안경점에 ‘영수증 보내달라’ 전화 안해도 됩니다 [5]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20 2362 2
4576 배신의 쓴맛 보고 추락했던 절 살린 ‘50억 물건’입니다 [7]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19 2479 6
4575 ‘이거 돈 된다’ 최근 직장인들 몰린 고소득 부업 [7]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19 3890 5
4574 아이유부터 67억 아파트까지…인증받은 최초의 한국인 [16]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19 4025 8
4573 ‘무스펙 백수’로 불리던 PC방 중독 30대, 지금은… [73]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19 6543 20
4572 “정인이로 돈 버느냐” 비난에, 무속인 유튜버가 한 말 [67]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18 6232 14
4571 “연인과 간 숙박업소 이름까지…이건 상상도 못했다” [18]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18 6193 18
4570 ‘저걸 누가 사’했던 99만원 맥도날드 세트, 완판 됐습니다 [21]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18 7138 2
4569 회식 때 삼겹살 대신 찌개만 먹던 직장인 결말 [176]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15 12965 17
4568 “공무원 시험 접수 때까지 점수 안오르면…” 합격 꿀팁 [56]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15 7633 7
4567 아버지도 시력도 잃었지만…이렇게 웃고 살아요 [99]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15 6548 47
4566 ‘대통령 신사복’ 회사도 파산 신청…정장의 위기 [43]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15 6920 3
4565 “저는 ‘간호사를 간호하는 29살 간호사’입니다” [42]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15 5596 8
4564 작년 사망한 억만장자는 16명, 그중 한국인 2명은? [15]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15 3912 7
4563 9급→1급 40년 걸렸다, ‘전설의 공무원’은 지금… [47]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15 6683 18
4562 “매달 나가는 돈만 1억…폐업 직전입니다” [59]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15 4206 12
4561 “불쾌하고 역겹다” 전국 여성들 발끈하게 만든 글 [228]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15 12146 20
4560 이마트 즉석식품 총괄하던 에이스 직원, 지금은… [12]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14 4093 4
4559 ‘시청률 28%’ 뒤엔 샴페인 탑 쌓은 제 땀도 있어요 [14]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14 3848 2
4558 “현금 바닥, 도와달라” 식당·헬스장보다 더 시급한 곳 [82]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14 4550 6
4557 전기요금고지서에 추가된 항목 2가지, 뭔가 했더니 [27]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13 2579 2
4556 따면 포상휴가 나간다, 군대 인기 자격증 1위는? [38]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13 3460 4
4555 이런 일 할 줄 몰랐죠, EBS 한문 선생님의 반전 근황 [10]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13 3229 2
4554 요즘 스튜어디스 몰린다는 ‘연봉 1억’ 직업입니다 [44]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12 6902 5
4553 버려지는 마스크 녹여 붙이면 이렇게 의자가 됩니다 [50]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12 3335 9
4552 유재석씨가 극찬한 뒤 주문 폭발…2호점까지 냈죠 [33]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12 4739 12
4551 네티즌 울린 좋아요 7000개 글, 누가 썼나 했더니 [23]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11 2980 3
4550 배달음식 담은 그릇 그냥 버리세요? 전 같이 먹어요 [35]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11 3809 8
4549 5억 받고 나가도 다시 받아주는 이재용 초관심사 [12]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11 3036 5
4548 최근 이마트에 등장한 매장에…약사들 부글부글 [152]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08 15076 72
4547 티맵·카카오에 밀린 내비게이션 원조들이 눈돌린 사업 [18]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08 5082 9
4546 수의대 졸업 후 병원·제약회사 대신 전 이걸 합니다 [27]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08 5940 6
갤러리 내부 검색
제목+내용게시물 정렬 옵션

오른쪽 컨텐츠 영역

이슈줌NEW

1/6

힛(HIT)NEW

그때 그 힛

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