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시인사이드 갤러리

갤러리 이슈박스, 최근방문 갤러리

갤러리 본문 영역

나이키 사장도 못 걸러낸다는 짝퉁, 벌써 400조원 대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021.03.05 10:19:51
조회 6517 추천 6 댓글 62

나이키 사장도 못잡는 나이키 짝퉁… 이렇게 잡는다

이커머스 시장의 10%라는 짝퉁시장

딥러닝 기반 이미지 인식으로 잡는다


전자상거래(이커머스) 시장에는 정말이지 우주선 빼고 다 파는 것 같다. 연간 글로벌 이커머스 시장 규모는 무려 4조달러(4400조원)에 달한다고 한다. 그런데 이커머스 업계에선 전체 상품의 10%는 짝퉁일 것으로 보고 있다. 그렇다면 짝퉁 시장만 400조원대란 말이 된다. 대한민국 1년 예산과 맞먹는다. 이걸 대체 어떻게 다 걸러낸단 말인가.


◇AI로 수작업 대체, 정확도·속도 높여

전문가도 구분하기 어렵다는 짝퉁 나이키 운동화. /인터넷 화면 캡쳐

최근 인공지능(AI)을 기반으로 이커머스의 짝퉁 상품을 걸러내는 스타트업이 대거 등장하고 있다. 국내 기업으로는 마크비전이 대표적이다. 이 회사는 최근 위조상품 모니터링 서비스의 연동 범위를 인스타그램까지 확장하기로 했다.


기존에도 위조 상품을 모니터링하는 회사는 있었다. 정부도 한국지식재산보호원 같은 산하기관을 두고 있다. 이들은 이커머스 짝퉁 거래에 쓰이는 은어(隱語)나 변조된 사진 등을 조회해 짝퉁을 잡기도 하지만, 기본적으로는 수작업에 의존했다. 업계 관계자는 “짝퉁이 워낙 정교해 나이키 사장도 나이키 짝퉁 못잡는다는 우스갯소리가 있을 정도”라고 했다.

마크비전 같이 최근 등장한 업체들은 기계학습(머신러닝) 기반의 데이터 분석 등 AI를 통해 짝퉁 고르기 수작업을 자동화했다. 이 프로그램은 제품 설명에 들어간 가격 정보, 판매자 정보, 소비자 리뷰 등의 정보를 가지고 진위를 분석한다. 상품 소개에 들어간 이미지를 통해서도 짝퉁 여부를 판별할 수 있다고 한다. 마크비전 측은 “AI를 기반으로 위조 상품을 포착해 신고하는 전 과정을 자동화하며 적발 비용은 수작업 대비 50분의 1 수준, 적발에 걸리는 시간도 30분의 1 수준으로 줄었다”고 했다. 지난해 프로그램을 내놓은 이 업체는 명품은 물론 화장품, 식품, 항공업계 등 30여 업체의 짝퉁을 감별하고 있다.


◇260배 카메라로 보이지 않는 흠결도 찾아

엔트러피의 짝퉁 감별 카메라. /엔트러피

미국의 스타트업 엔트러피(Entrupy)는 소비자가 자신이 구매한 제품이 짝퉁인지 확인할 수 있는 휴대용 기기를 개발하기도 했다. 엔트러피 솔루션은 물체를 260배나 확대하기 때문에 인간의 눈에 보이지 않는 제조사별 특징, 흠결 등의 징후를 포착할 수 있다. 이 업체는 백화점과 중고매장 등에서 얻은 300만개 이상의 명품 데이터를 딥러닝 기술에 접목시켰다. 이용법도 간단하다. 엔트러피 정밀 렌즈를 구매한 후 스마트폰에 연결해 앱을 구동하면 된다.


글 시시비비 가마돈

시시비비랩



추천 비추천

6

고정닉 1

6

댓글 영역

전체 댓글 0
등록순정렬 기준선택
본문 보기

하단 갤러리 리스트 영역

왼쪽 컨텐츠 영역

갤러리 리스트 영역

갤러리 리스트
번호 제목 글쓴이 작성일 조회 추천
4857 “왜 먹는 거로 장난을…” 우려와 달리 초대박 났어요 [35]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16 3757 1
4856 가짜 ‘돌판 삼겹살’이 터졌다, 뜻밖에 대박난 주부 [43]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16 8974 34
4855 “주 4일만 일하고, 월급은 그대로 받아 가세요” [33]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16 3060 4
4854 서울에 20대뿐인 수소택시를 제가 몹니다 [43]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16 5447 22
4853 진짜 달걀 맞습니다...안터지는 노른자의 비밀 [40]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16 5755 16
4851 “추억을 판다” 최근 유통가에 부는 ‘이것’ 열풍 [47]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16 6720 13
4850 ‘범 내려온다’ 6억뷰 뒤에 접시 깬 공무원 있다 [73]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16 6296 9
4849 “한국으로 돌아가겠느냐?”…놀라운 조사 결과가 나왔다 [88]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16 10390 54
4847 초저가 커피로 20대에 370억 대박 낸 흙수저 절친 [32]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16 4839 14
4846 프린스턴대 박사가 직원 6명인 스타트업에 간 이유 [8]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15 1130 1
4845 "월 8천, 골드 버튼까지 받았는데 하루아침에 망했죠" [80]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15 15048 11
4844 사람 일자리 빼앗은 로봇이 돌연 해고당한 이유 [37]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15 4061 15
4843 선망받는 국제선 승무원 됐지만,...경찰의 꿈 접을 수 없었죠 [82]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14 5797 9
4842 돈이 남아돌아 집에서 가지고 놀 장난감 1억 주고 샀죠 [3]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13 594 0
4841 몸 아프다며 휴가 나온 공군 상병이 간 곳은… [6]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13 682 0
4840 생산부터 가공까지 공정무역으로... ‘빈투바’초콜릿을 아십니까? [6]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13 2159 7
4839 미국인도 모르는 코닥 점퍼가 한국서 팔리는 이유 [60]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13 6859 7
4838 영화감독 꿈꾸던 청년이 세탁업계서 꿈 이룬 사연 [4]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13 2161 3
4837 “어딜 데리고 가”...일타강사 놓고 889억 소송전 [43]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12 7610 7
4836 20대 천재 형제가 만든 회사, ‘몸값 100조’ 초대박 났다 [30]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12 4246 5
4835 중국산 앞세워 국내 기업들이 너나없이 뛰어든 이 분야 [9]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12 4063 5
4834 국가직 9급... 올해에 모든걸 걸어야 한다 [207]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09 22191 20
4833 이젠 에르메스백을 모피 대신 이것으로 만든다는데... [53]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08 4603 14
4832 이름 한 번 바꾸는데 8000억원이 든다고요? [47]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08 8257 10
4831 한국의 이런 모습 좋아하던 명품업체들, 요즘은… [23]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08 6916 4
4830 생후 4개월부터 훈련받아 8~9살이면 은퇴합니다 [29]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08 4174 13
4829 물건 사려면 용기 필요한 가게, 요즘 잘 나갑니다 [52]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08 5995 14
4828 신혼부부 5쌍이 봄비 맞아가며 숲에 모인 이유는? [6]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08 1363 3
4827 반해 버렸어요, 명품 브랜드가 찜한 한국 여성 [26]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08 2775 3
4826 요즘 엄마가 집에서 매일 듣는 임영웅 노래, 알고보니… [15]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08 2655 4
4825 도어락 지문보고 침입하는 '그놈'... 필름 한 장으로 막았다 [92]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08 4001 22
4824 불타는 조던···中 “나이키 절대 안산다” 왜? [57]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08 4061 8
4823 "음식물 재활용을 처벌 못한다니 말이 됩니까" [37]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08 2963 14
4822 식판 뺏겨 밥 굶었던 왕따 여고생, 검사 된 후 한 일 [58]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07 8695 41
4821 월세에 대학·대학원 진학 도움···파격 복지 내건 회사 [5]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07 2419 1
4820 "식목일에 회사 가세요? 저희는 안 갑니다" [7]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07 2312 4
4819 데뷔 34년 차 '단종 전문 배우'의 반전 근황 [65]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06 6912 18
4818 대기업 관두고 떡볶이 팔아 매출 2천억 회사 대표 됐죠 [71]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06 9179 18
4817 회사에서 '이것' 없애자 출·퇴근도 없어졌다 [17]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06 3448 4
4816 굵은 우동면 아니었다, 이 면의 정체는··· [88]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05 9569 24
4815 15년 특전사 복무한 그가 돌연 가수로 변신한 이유 [17]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05 3230 20
4814 특가세일 공지 1분만에···“품절, 물건 없어요” 일방 취소 [13]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05 3894 11
4813 철인7호·이삭 토스트·또봉이 통닭의 공통점은? [32]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02 6551 7
4812 비말 마스크로 대박난 회사에 모두가 놀랐다 [11]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02 6433 4
4811 한국의 파브르 '정브르' "온라인 입양 절대 마세요" [106]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02 9959 21
4810 “너네 아빠 거지 똥차” “공부 못해 배달” 막말 갑질 논란 [205]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02 8907 59
4808 삼성이 스마트폰 출시할 때마다 벌벌 떠는 의외의 이유 [43]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02 8277 12
4807 ★ 1억1600만원…한국에 7명뿐인 ★★★★ 연봉은? [70]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02 5920 9
4806 공포의 ‘빨간 마스크’ 괴담을 알고 있다면 당신은… [68]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02 4778 36
4805 오로지 ‘찍기 위해’ 전세계 돌아다니는 남자입니다 [11]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02 1844 2
갤러리 내부 검색
제목+내용게시물 정렬 옵션

오른쪽 컨텐츠 영역

실시간 베스트

1/8

힛(HIT)NEW

그때 그 힛

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