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시인사이드 갤러리

갤러리 이슈박스, 최근방문 갤러리

갤러리 본문 영역

유명인부터 연예인·운동선수가 그의 손을 찾는 이유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021.09.28 10:10:12
조회 3022 추천 4 댓글 5

중요한 계약이나 거래를 할 때 꼭 필요한 절차가 있다. 바로 ‘서명’이다. 서명은 계약 또는 거래의 당사자가 본인이라는 것을 증명하고 효력을 발생시킨다. 신용카드를 사용할 때도 마찬가지다. 서명은 단순히 자신의 이름을 쓰는 것 이상의 의미가 있다. 그래서 누구나 자신을 대표하는 특별한 서명을 갖길 원한다. 하지만 직접 만드는 데 한계를 느끼는 사람이 많다. 이런 사람들에게 도움을 주는 전문가가 있다. 서명을 전문적으로 디자인하고 컨설팅하는 ‘서명 디자이너’다. 최귀성 굿사인 대표는 서명 디자이너로 16년을 일했다. 이 분야의 베테랑에게 생소한 서명 디자인의 세계, 서명디자이너가 일하는 법에 대해 물었다.


서명 디자이너로 16년을 일해온 굿사인 대표 최귀성. /본인 제공

– 서명 디자이너는 생소한데요. 서명 디자이너는 어떤 일을 하나요? 

“서명 디자이너는 아직은 모르는 분들이 많은 생소한 직업입니다. 국내에서 전문적으로 활동하는 서명  디자이너도 그렇게 많지 않고요. 일반적으로 자신의 서명은 직접 만드는 것이라고 생각합니다. 하지만 어떤 분야나 전문가가 필요합니다. 서명 디자이너는 본인의 이름을 멋스럽게 쓰고 싶은 분들을 위해 개성 있는 서명을 디자인합니다. 몇 해 전까지만 해도 유명인이나 연예인, 운동선수 등의 사인을 디자인 했지만 이제는 일반인들도 전문가에게 디자인을 맡기고 컨설팅을 받아 서명을 제작하고 있어요. 요즘 시대에 필요한 직업이자 분야라고 생각합니다.”
  
-대표님은 어떻게 서명 디자이너의 길을 걷게 됐나요?

“어릴 적부터 글자에 대한 관심이 컸습니다. 유독 서명에 대한 관심이 컸고요. 광고 디자인, 홈페이지 제작 사업 등을 하면서 다양한 글자들을 스크랩하고 만들어보는 일을 취미로 해왔습니다. 16년 전 주변분들의 부탁으로 사인을 만들어주었는데 그들이 좋아하는 모습을 보면서 큰 보람을 느꼈습니다. 그때를 계기로 본격적으로 서명 디자이너로서 일을 시작하게 되었습니다.”

-단순히 관심이나 경험만으로 서명 디자이너가 되긴 어려울 듯합니다. 서명 디자이너에게  필요한 재능이 있다면.

“서명 디자이너가 되려면 글자를 다른 각도로 보는 재능이 필요합니다. 글자를 균형감 있게  바라보는 시각과 유연한 손놀림이 필요하고요. 무엇보다 서명을 만들고자 하는 분들이 워낙 다양하고 다르다보니 디자인에 대한 견해 차이가 큽니다. 똑같은 서명 디자인을 두고도  각각의 의견이 다를 수밖에 없습니다. 개개인에 맞는 맞춤형으로 디자인할 수밖에 없고 그러기 위해서는 서명 디자인을 의뢰한 고객과의 소통 능력이 매우 중요합니다.”

서명 디자인이 완성되면 직접 연습해서 익힐 수 있도록 동영상과 연습장을 제공한다. /본인 제공

-서명 디자인에서 가장 중요한 건 무엇인가요?

“서명에서 중요한 건 균형감이에요. 그리고 의뢰인이 따라쓸 수 있는 서명을 디자인하는 게 중요하죠. 무엇보다 매번 서명을 할 때마다 스스로가 만족할 수 있는 서명이 가장 좋은 서명이라고 생각합니다.” 

-일반적인 서명과 유명인의 서명 디자인에도 차이가 있을 것 같습니다.

“일반 서명의 경우 개인에 따라 조금씩 차이가 있기는 하지만 너무 화려하지 않으면서 이름을 잘 알아볼 수 있고 모양과 균형감이 조화롭게 구성되도록 디자인합니다. 유명인의 경우 팬들을 위한 선물인 경우가 많아 개성 있고 화려하면서도 본인을 상징하는 그림이나 숫자 등을 함께 표기하는 디자인을 하게 됩니다. 최근에는 일반인의 경우에도 개성있는 사인을 원하는 경우가 늘고 있고 유명인이라도 화려하지 않은 사인을 선택하기도 합니다. 서명 디자인은 개개인의 취향에 맞춰진다는 게 더 정확할 것 같습니다.” 

-지금까지 얼마나 많은 서명을 디자인 했나요? 

“16년간 1만명이 넘는 분들의 서명을 디자인했습니다. 수백명에 달하는 유명인의 사인 또한 디자인 했어요. 이름만 들으면 누구나 아는 세계적인 축구 선수분들도 있지만 대부분의  유명인이 공개를 원하지 않기 때문에 이름을 일일이 밝히지는 못합니다. 현재 공개를  허락해주신 분들 중에는 축구선수 염기훈·박종우·유지훈·김대경·배일환·박대한님과  연기자, 가수 정여원·김소희·유하주·남승민·고보람·정다비·권은아님 외에도 프로골프선수, 탁구선수, 연주자, 화가, 영화감독, 프로게이머, 유튜버 등의 사인을 디자인 했습니다. 또한 일본 시장에도 진출해 수백명의 서명을 디자인 했습니다.”

최귀성 대표가 디자인한 유명인들의 사인. /본인 제공

-서명 디자이너라는 생소한 직업을 택하셨는데 이 일을 하길 잘했다는 생각이 들 때는 언제인가요?

“제게 서명 디자인을 의뢰했던 분들이 지금까지 서명할 때마다 스트레스를 받았는데 멋진 서명이 생겨 서명할 때마다 행복해진다는 말을 들을 때마다 큰 보람을 느낍니다. 또한 귀한 분들에게 선물로, 자녀의 입학선물로 서명을 만들어줘 의미있는 선물이 되었다는 말을 들을 때도 이 일을 하길 잘했다는 생각이 듭니다. 한분 한분의 귀한 이름을 디자인 하는 일이 결코 쉽지 않지만 평생 서명할 때마다 서명 디자이너를 잊지 않고 기억해준다는 건 무척이나 의미있고 행복한 일인 것 같습니다.”   

-반대로 힘들 때는 없나요?

“서명 디자인 작업을 하며 가장 힘든 일은 디자인에 대한 개개인의 생각이 다르다는 것입니다.  한분 한분 소통하며 의견을 듣고 다시 디자인을 하고 마음에 드는 최종 디자인을 찾을 때까지의 과정은 아직까지 쉽지 않습니다. 하지만 끝까지 마음에 드는 디자인을 찾고 최종 연습장을 보내드릴 때의 행복감 때문에 힘든 걸 잊고 다시 디자인 작업을 하게 됩니다.”

한화 e-스포츠 프로게이머 롤팀 사인 작업 후 선수들과 최귀성 대표. /본인 제공

-지금까지 한 작업 중에 기억에 남는 서명이 있다면?

“70세가 넘으신 할머니로부터 서명 디자인을 의뢰받은 적이 있는데  본인이 아니라 이제 5살 된 손자에게 선물해주고 싶다고 하셨어요. 훌륭한 사람이 되어 사용하게 될 서명을 디자인 해 달라는 할머니의 요구에 몇 번의 수정 작업을 거쳐 마음에 쏙 드는 디자인을 선물해 드렸습니다. 아직 서명이 무엇인지도 모르는 5살 손자를 사랑하는 할머니 마음이 느껴져 가장 기억에 남는 작업이었던 것 같습니다. 중요한 계약을 앞두고 꼭 계약에 성공할 수 있는 성공 사인을 긴급 의뢰한 대표님이 계셨습니다. 그분의 요구 사항에 맞줘 정성을 다해 준비한 디자인을 보내드렸는데 무척이나 마음에 들어하셨어요. 몇주 후 무사히 계약이 성사됐다는  전화를 받고 무척이나 기뻤던 기억도 있습니다.” 

-서명디자이너로서 앞으로 이루고 싶은 꿈은 무엇인가요?

“현재 굿사인이라는 서명제작기업을 설립해 국내뿐 아니라 해외에서도 왕성하게 활동하고 있습니다. 앞으로 세계적으로 유명한 서명 디자이너로 성장해 해외에서 한국의 디자인 위상을 높이는 기업을 만드는 게 저의 꿈입니다.”

글 시시비비 키코에루
시시비비랩


-

추천 비추천

4

고정닉 0

2

댓글 영역

전체 댓글 0
등록순정렬 기준선택
본문 보기

하단 갤러리 리스트 영역

왼쪽 컨텐츠 영역

갤러리 리스트 영역

갤러리 리스트
번호 제목 글쓴이 작성일 조회 추천
5392 40년 만에 ‘100억’ 기적…“돈 떼이다 돈 법니다” [17]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5 5347 8
5391 10대·노숙인 아지트 전락, 심야 무인점포 어쩌나 [52]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5 4977 16
5390 카카오 초기 입사자들은 퇴사하고 뭐 하고 살까? [20]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5 6535 8
5389 🌕🌕로 살인·장기미제사건 실마리 찾습니다 [6]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5 3851 7
5388 장이 편해야 몸도 편하니까, 이제 앱으로 장관리 하세요 [23]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5 2891 4
5387 “자녀 5명 낳으면 8000만원” 일본, 중국도 놀랐다 [49]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5 1973 1
5386 “미국 농구 스타 가슴에 적힌 글자, 어딘가 익숙합니다” [19]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5 8987 13
5385 한국 스타벅스에만 있는 것/없는 것은 무엇? [17]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5 3183 6
5384 커피믹스·이태리타올…한국을 빛낸 10대 발명품 [159]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5 5412 13
5383 방탄소년단부터 이효리까지…“브랜드보다는 OO이 중요” [14]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5 3352 9
5382 골프에서 스코어만큼 중요한 이것…”2030은 렌트합니다” [16]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4 2286 2
5381 대출 막힌 서민들, 연말 잔금 어떻게 치르죠? [16]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4 1193 3
5380 ‘먹으면 요강 엎는다’는 열매로 만든 K푸드의 정체는? [6]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4 2036 2
5379 “성적 오르가슴이 비염에 특효” 연구로 이 상 받았네 [45]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3 7873 18
5378 ‘참가비만 총 82억’ 아침에 일찍 일어나기 목표 세웠더니… [7]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3 3995 4
5377 ‘신의 직장’ 걷어찬 이 남자, OO로 초대박났다 [11]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3 2829 4
5376 7급 공무원 2년 낙방 끝 입사…알고보니 100억 투자 받은 핫한 가구기 [18]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2 8281 2
5375 오징어게임 전에 ‘백종원 게임’이 있었다는데 [27]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2 4515 2
5374 “그냥 줘도 다신 안 먹겠다”던 그 치킨집 지금은… [41]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2 6064 13
5373 평균 연봉 6400만원, 정년 없고 직업만족도 높은 직업입니다 [7]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1 4369 2
5372 뽑기 세트 가격이 아마존서 갑자기 10배 뛴 이유 [1]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1 2905 4
5371 “본인 책 읽는데 돈 쓰게 했더니, 15만명 이상이 사용했습니다” [2]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1 1776 2
5370 30년 간 코끼리 돌보던 이 사람이 동물원 떠나 택한 일 [15]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08 6049 18
5369 ‘잠’, ‘여친과 카톡’, ‘유튜브 시청’…사회복무요원이 하는 일 [201]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08 10770 27
5368 식물에 미쳐 패션 대기업 퇴사한 이 남자는 결국 [27]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08 8679 7
5367 ‘재벌 상속녀’ 패리스 힐튼도 투자한 이 사업, 대체 뭐길래 [16]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08 7401 9
5366 치맥·먹방 등 26개 한국 단어 옥스포드 사전 등재 [66]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08 6450 21
5365 “월급 130만 받아도 좋겠다” 스타벅스 직원글 화제 [179]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08 8236 11
5364 오징어게임은 왜 ‘그 번호’를 썼을까..전화 누가 받을까 [18]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08 4097 6
5363 억만장자들 간다는 우주여행, 내가 가면 얼마? [20]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08 2704 8
5362 “1시간 동안 당신의 기사가 되어드립니다” [25]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08 4967 5
5361 쿠팡에서 대박난 아빠와 딸…“30억이 60억으로” [26]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07 5949 9
5360 미국·일본도 열광하는 ‘한국 웹툰’ 왜 주목받나 했더니 [102]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07 4688 10
5359 초고령사회 문턱까지 온 한국, 새로운 블루오션은 바로 ‘이것’입니다 [17]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07 2429 2
5358 자동차 가죽시트·유리·에어백, 이렇게 변신했습니다 [4]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06 1494 2
5357 아직도 연 2% 주는 예적금 통장 있다고? [9]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06 2392 1
5356 “귀여움에 속지 마세요. 사나운 동물이랍니다” [43]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06 7743 48
5355 내가 하면 쓰레기줍기, 정용진이 하면 OOO [30]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05 4879 1
5354 ‘올드’한 실버산업 뛰어든 33세 청년..100억원 투자받기까지 [4]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05 2733 5
5353 음대생 출신이 만든 ‘이것’에 현직 의사들도 극찬 [17]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05 3375 5
5352 ‘갑카오’ 된 카카오 직원들의 속내 보니 [24]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04 2554 9
5351 64년전 실습생으로 원양어선 탔던 이 청년은 지금 [5]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04 1958 5
5350 바지 내렸더니 남성용 사각팬티…인종차별 논란 ‘활활’ [11]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04 2786 3
5349 30년 한의원 운영한 부부가 수험생 두 딸 위해 벌인 일 [74]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01 10052 10
5348 1년 18억···전 세계 국가원수 연봉킹은? [33]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01 5091 12
5347 이 가수가 슈스케·케이팝스타·보이스코리아 다 떨어지고 손 잡은 사람은? [10]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01 6090 7
5346 있으면 먹고 살 걱정 없다는 ‘홍반장’의 자격증 [33]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01 9477 9
5345 망한 이태원에서 나홀로 대박난 버거 사장님 [75]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01 10164 10
5343 “77억 아파트부터 교도소까지…OO 없는 곳 없어요” [30]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01 7378 8
5342 폭스바겐에서 車보다 많이 팔린 소시지…생산 중단하는 이유는? [48]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01 5033 12
갤러리 내부 검색
제목+내용게시물 정렬 옵션

오른쪽 컨텐츠 영역

실시간 베스트

1/8

힛(HIT)NEW

그때 그 힛

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