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시인사이드 갤러리

갤러리 이슈박스, 최근방문 갤러리

갤러리 본문 영역

“회장님, 이러시면 곤란한데”… ‘그 분’ SNS는 독?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021.11.24 11:39:06
조회 4545 추천 11 댓글 26

최근 재계 유명인사의 소셜네트워크(SNS) 행보가 화제다. 그간 페이스북·인스타그램 등에서 개인적인 이야기를 풀어온 재계 인사는 주로 스타트업이나 IT기업 수장이었다. 대기업 오너가(家) 일원의 사생활은 베일에 싸여 있는 경우가 대부분이었다. 보수적인 기업 및 집안 분위기 탓도 있고, 언행 하나하나가 세간의 이목을 집중시키기에 당사자가 부담을 느낄 수밖에 없다. 

피자 사진과 함께 ‘난공산당이싫어요’ 태그를 단 정용진 부회장. /yj_loves 인스타그램 캡처

그랬던 분위기가 조금씩 달라졌다. 2019년 정용진 신세계 부회장이 인스타그램 활동을 시작하면서부터다. 2021년 11월 기준 정 부회장의 인스타그램 팔로워는 71만명이 넘는다. 그는 인스타그램에 이마트나 신세계 야구단 SSG 랜더스 등 경영 관련 게시글뿐 아니라 골프를 치거나 가족과 함께 식사를 하는 사적인 순간도 스스럼없이 공유한다. 11월10일 올린 셀카에는 한 누리꾼이 ‘재섭(재수없다)’이라고 악플을 달았다. 그는 ‘왜?’라고 묻는 여유를 보였다. 이처럼 친근한 동네 형 같은 이미지에 MZ세대는 열광한다. 기업인 인스타그램을 수십만명이 지켜보는 이유다.

◇4대그룹 총수도 인스타그램 활동

최태원 SK그룹 회장도 올해 6월 인스타그램 계정을 만들고 활동을 시작했다. 2021년 3월 대한상공회의소 의장에 취임한지 3개월 만이다. 재계에선 최 회장이 사회적인 소통을 강화하려고 SNS 활동을 시작한 것으로 본다. 앞서 2월에는 폐쇄형 소셜미디어인 클럽하우스에 가입해 화제를 모았다. SK그룹이 운영하는 유튜브 채널에서 최 회장은 이미 여러 차례 출연해 사내 구성원들에게 다가가는 모습을 보였다.


출근 준비하는 모습을 공유한 최태원 SK 회장. /papatonybear 인스타그램 캡처

4대 그룹 총수 중에서 SNS 활동을 시작한 건 최 회장이 처음이다. 경영 활동 관련 게시글만 소수 올릴 것이란 예상과 달리, 그는 적극적으로 대중과 소통했다. 테니스를 치거나 집에서 출근을 준비하는 모습을 SNS에 공유했다. 치실 사진을 올리며 “실을 좀 많이 길게 뽑아 썼더니 막내가 황당하다는 듯 ‘아빠가 재벌이냐’고 물었다”고 적어 웃음을 짓게 만들기도 했다.

7월에는 최 회장의 댓글이 SNS에서 폭발적인 반응을 이끌어냈다. 한 누리꾼이 최 회장의 사진에 ‘회장님, 무례한 질문이지만 혹시 회장님도 요플레 뚜껑을 핥아 드시나요?’라는 댓글을 달았다. 최 회장은 ‘네 그렇습니다’라고 답을 남겼다. 온라인에서는 난리가 났다. “재벌 회장도 요플레 뚜껑을 핥아먹는지 궁금해 하는 사람이 많았는데, 최 회장이 직접 진실을 밝혀줬다”는 반응이 이어졌다. 다만 최 회장은 자신이 게시물을 올릴 때마다 기사로 나오자 계정에 ‘기사화를 원하지 않습니다’라는 문구를 걸어뒀다.


논란이 된 정용진 부회장의 인스타그램. /yj_loves 인스타그램 캡처

◇“홍보실장이 오해받을 일 하지 말란다”

SNS를 통한 적극적인 소통이 항상 긍정적인 반응만 이끌어내는 것은 아니다. 정 부회장은 인스타그램에 올린 문구 하나로 홍역을 치렀다. 문제의 게시물은 5월 25일 처음 올라왔다. 정 부회장은 우럭 요리 사진을 올리며 ‘잘가라 우럭아- 니가 정말 우럭의 자존심을 살렸다, 미안하다 고맙다’라고 적었다. 여기에서 ‘미안하다 고맙다’는 문구가 문제가 됐다. 그는 다음 날에도 랍스터 요리 사진과 함께 ‘가재야, 잘 가라. 미안하다 고맙다’라고 썼다. 이 문구는 문재인 대통령이 대선 후보 시절 진도 팽목항 세월호 분향소에 방문해 방명록에 쓴 글의 일부다. 일부 누리꾼이 “정 부회장이 문 대통령을 비꼬고 조롱했다”며 비판에 나섰다. 정 부회장이 극우 성향 ‘일베(일간베스트)’라는 말도 나왔다.

정 부회장은 소신을 굽히지 않았다. 6월에는 세상을 떠난 반려견을 추모하는 사진과 함께 다시 한 번 같은 문구를 사용했다. 방송가와 정치권에서도 비판이 나왔고, 신세계와 이마트 주주들은 “투자자들을 위해서라도 SNS 활동을 멈춰 달라”고 요구했다.

결국 그는 6월 9일 앞으로 오해받을 일은 하지 않겠다는 취지의 글을 올렸다. 안경 사진과 함께 ‘원래 가운데 손가락으로 안경을 쓸어올림. 길고 편해서- 그런데 우리 홍보실장이 오해받을 일 하지 말란다, 자기 힘들다고’라고 적었다. 그는 이어 “50년 넘는 습관도 고쳐야 한다, 이젠 제일 짧은 손가락으로 (안경을) 올릴 것”이라고 했다. 논란은 그렇게 일단락됐지만, 그를 바라보는 대중의 곱지 않은 시선은 한동안 이어졌다.




팀 쿡 애플 CEO와 사티아 나델라 마이크로소프트 CEO의 트위터. /트위터 캡처

◇아직 이혼 소송도 안 끝났는데···

최태원 회장을 향한 곱지 않은 시선도 존재한다. 그는 법적 부인인 노소영 아트센터 나비 관장과 4년째 이혼 소송을 하고 있다. 소송이 아직 끝나지 않은 상황에서 동거 중인 김희영씨 사이에서 낳은 딸을 인스타그램에 공유하고 있고, 김희영씨는 최 회장이 올린 글에 ‘좋아요’를 누르기도 한다. 이 같은 모습이 과연 한국 정서에 맞느냐는 지적이 나온다.

재계 유명인사의 SNS 활동은 결국 양날의 칼일 수밖에 없다. 시대적인 요구는 대중과 소통을 늘리는 것인데, 이 과정에서 잡음이 전혀 나오지 않기란 힘들다. 미국 시가총액 1위 기업 마이크로소프트(MS)를 이끄는 사티아 나델라와 2위인 애플 CEO 팀 쿡도 트위터에서 활발하게 활동하고 있다. 재계에선 “언젠가는 우리나라도 미국처럼 대기업 회장님의 SNS 활동을 자연스럽게 여기는 날이 올 것”이라는 전망이 나온다.

글 시시비비 영조대왕
시시비비랩

-

추천 비추천

11

고정닉 0

35

댓글 영역

전체 댓글 0
등록순정렬 기준선택
본문 보기

하단 갤러리 리스트 영역

왼쪽 컨텐츠 영역

갤러리 리스트 영역

갤러리 리스트
번호 제목 글쓴이 작성일 조회 추천
5649 산 뱀 가죽은 벗기고, 노루는 패대기..동물학대 부관참시 된 TV드라마들 [2]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28 158 0
5648 1인당 5000만원씩 내고 다니는 회사, 사연은?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28 121 0
5647 구청 직원 100억, 군 부대장 삼계탕 50마리 '꿀꺽' [7]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28 803 7
5646 2000억대 횡령·상장폐지·경영진 '먹튀'..1월 '개미 지옥'된 주식 [1]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28 645 3
5645 BTS 한마디에.."치폴레, 치콜레 됐다" [2]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28 1436 5
5644 재난지원금? 계열사 차별?..성과급이 뭐길래 [1]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28 297 0
5643 서핑하고, 게임하다가..'덕후'에서 창업가로 [6]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28 1018 0
5642 왜 이러는걸까요..잡음 끊이지 않는 스타 셰프들 [17]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28 2796 10
5641 "같은 방향이면 반값" 40년 만에 부활한 택시 합승 [11]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28 1051 0
5640 현금 지원 청년 정책, 오히려 청년 백수 키운다는데.. [101]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27 4554 13
5639 사직서 내고, 드러눕고..전세계로 번지는 '🌕🌕🌕🌕' [77]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27 8475 42
5638 “1억 오디오가 왜 거기서 나와?”…편의점도 7000만원대 캠핑카 선물 [4]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27 1998 1
5637 사업가인가 희대의 사기꾼인가…옥살이 하는 창업가들 [27]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26 3567 7
5636 건물주 위에 ‘온라인 건물주’…15초 춤추고 1년 209억 벌어 [24]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26 2810 0
5635 "할아버지 각그랜저 물려받았어요"..초록 번호판 위엄 [22]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26 6095 9
5634 "우리에게 세금을 더 물려라" 외치는 부자들 사연은? [51]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25 4985 23
5633 공무원 개인정보 유출, 계속 되는 이유는? [36]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25 4241 26
5632 "나 때는 현금이 제일 좋았는데.." 현금 없는 세상 [42]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25 4788 11
5630 3500만뷰 대박 난 CCTV 영상이 뭐길래? [31]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24 8817 4
5629 "'이것'만 했더라면.." 10년 날린 타블로의 후회 [49]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24 9443 6
5628 입학하면 장학금과 삼성전자 취업이 떼놓은 당상인 이 학과 '어디'? [35]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24 8250 16
5627 1800억→7000만원..이 남자가 연봉을 자진 삭감한 이유는? [52]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05 25192 24
5626 “백신접종 안하면 반값 할인”…미접종자 환대하는 그곳, 어디? [174]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05 23164 142
5625 쿠팡 말고 또?..손정의가 3조원 쏜 회사, 어디? [47]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05 13789 18
5624 18살 때 난치병 이겨내고 전교 1등·서울대 갔습니다 [216]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04 21879 109
5623 2022년, 당신의 수입을 늘려줄 자격 시험은? [33]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04 12192 6
5622 "입사하면 유급 휴가 1달·휴가비 200만원 드립니다" [7]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04 2712 0
5621 “방귀 한병에 120만원” 이런 걸 누가?…”삽니다!” [154]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1.12.31 33064 28
5620 가장 취업하고 싶은 외국계 회사 2위 넷플릭스…1위는? [42]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1.12.31 10912 7
5619 비트코인 창시자 사토시 정체, 결국은… [120]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1.12.31 25247 13
5618 2022년, 당신의 수입을 늘려줄 자격 시험은? [9]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1.12.31 2560 4
5617 18살 때 난치병 이겨내고 전교 1등·서울대…이 사람이 사는 법 [16]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1.12.31 3299 12
5616 짝퉁 잡는 ‘매의 눈’…이젠 5000억 시장 이끈다 [38]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1.12.31 7574 3
5615 “2만원짜리 ‘이 게임’, 연 2500만원 ADHD 치료 대신합니다” [26]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1.12.31 5774 7
5614 연 2700만명 태어난다…한국인 중년 남성이 인도에 벌인 일 [24]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1.12.31 6327 11
5613 “애들은 가라”…노인 전용만 있다는 ‘이것’ [38]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1.12.30 4127 15
5612 “TV 한 대 15만원” LG·삼성만큼 잘 팔리며 200억 번 이 남자 [21]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1.12.30 4097 11
5611 “입사자엔 2000만원, 추천해도 1000만원”…입 벌어지는 ‘구인의 기 [14]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1.12.30 3395 2
5610 정용진 부회장도 뛰어든 ‘대박’ 금맥, 알고 보니… [53]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1.12.29 5955 3
5609 “8개월에 25억 벌었다는 유튜브 벤츠녀도…” [23]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1.12.29 8812 28
5608 “5조 쯤은 내놔야…” 기부 역사 새로 쓴 올해 기부왕은 누구? [23]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1.12.29 3170 5
5607 투싼 신차 3500만원, 중고는 190만원 비싼 3960만원이라고요? [10]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1.12.28 2742 1
5606 손도끼∙염산테러, 중요 부위 사진까지…그래도 최고의 직업? [71]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1.12.28 7375 17
5605 논란은 있지만…요즘 연예인 투잡한다는 ‘이것’ [35]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1.12.28 3911 3
5604 거래 한 번에 대기업 월급이…2030 몰리는 이유 있었네 [50]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1.12.27 10547 6
5602 공무원 10년만하면 1차 시험 면제?…세무사 시험 논란 [69]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1.12.27 4392 20
5601 “OO하면 115만원 돌려받아”…연말정산 더 받는 꿀팁 [3]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1.12.27 1977 2
5600 프랑스 명품 백화점에서 ‘아크네·발렌시아가’ 제치고 매출 1위 찍은 국내 [71]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1.12.24 10923 37
5599 루돌프도 아닌데…크리스마스만 보고 달린 이들 정체는? [4]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1.12.24 3674 4
5598 유망한 발레리노가 돌연 무대에서 내려와 한 일은… [12]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1.12.24 5584 14
갤러리 내부 검색
제목+내용게시물 정렬 옵션

오른쪽 컨텐츠 영역

실시간 베스트

1/8

힛(HIT)NEW

그때 그 힛

1/3

뉴스

디시미디어

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