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시인사이드 갤러리

갤러리 이슈박스, 최근방문 갤러리

갤러리 본문 영역

“진작 나왔어야지!” 드디어 나온 전기차 보조금 개편안, 국내 시장 뒤흔

Daki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023.02.03 20:31:29
조회 121 추천 0 댓글 0
 

환경부가 어제(2일)  ‘2023년 전기차 구매 보조금 개편 방안’을 공개했다. 이번 개편안과 관련해 환경부는 다양한 사회적 요구들을 폭넓게 검토한 끝에 3가지 원칙에 따라 보조금을 개편했다고 설명했다. 1월에 나왔어야 할 개편안이 2월에 나와 ‘늑장 발표’라는 반응이 나오는 가운데, 과연 어떤 내용을 담고 있을까? 지금부터 함께 살펴보자. 

[글] 배영대 에디터

먼저 전기승용(세단, SUV) 부문이다. 지금까지는 합리적 가격의 대중형 전기차 보급 촉진을 위해 5500만 원 미만의 차량에 대해서만 보조금을 전액 지급했다. 그러나 최근 배터리 가격이 인상되고 그에 따른 차량 가격 인상 압력이 높아진 점을 고려해 보조금이 전액 지급되는 기본 가격 기준을 5700만 원으로 상향 조정했다.

이에 따라 5700만 원 미만의 차량은 보조금이 100% 지급되며, 5700만~8500만 원 범위의 차량은 보조금을 50%만 지원받게 된다. 8500만 원을 초과하는 차량은 보조금을 지급하지 않는다.

이 밖에도 환경부는 생애주기 비용분석, 차급별 형평성 등을 고려해 보조금 단가를 합리화하되, 지원물량은 대폭 늘려 전기차 보급 확대에 속도를 내겠다는 계획이다. 이에 따라 중·대형 전기차 성능보조금 단가를 100만원 감액(600만 원→500만 원)하는 대신 전기차 보조금 지원 물량은 전년도 대비 약 31%(16만대→21만 5000대)로 늘렸다.

또한 차급에 따른 가격차를 고려해 소형·경형 전기승용 성능 보조금 상한을 400만 원으로 신설한 반면, 초소형 전기승용은 반대로 기존 400만 원에서 350만 원으로 감액했다. 아울러, 환경부는 이번 개편안을 통해 저소득층·소상공인은 보조금 산정 금액의 10%를 추가 지원하되, 초소형 전기차는 추가 지원을 20%로 확대했다.

2023 개편안을 통해 환경부는 주행 거리 등 성능에 따른 보조금 차등을 강화해 성능 향상도 촉진한다. 1회 충전 주행 거리가 150km 미만인 전기승용에 대한 보조금을 약 20% 감액하고, 1회 충전 주행 거리 차등 구간을 당초 400km에서 450km로 확대해 고성능 차량이 더 많은 보조금을 받도록 했다. 기존에는 1회 충전 주행 거리 400km 초과 시 동일 성능으로 간주하고 보조금 산정해왔다.

환경부는 사후관리역량도 평가를 위해 직영 정비센터 운영, 정비이력 전산관리 여부 등 제작사 사후관리 역량을 평가하고, 이에 따라 성능보조금을 최대 20% 차등해 보조금을 지급한다. 여기서 사후관리역량 평가란, 그동안 전기차의 사후관리 기반시설이 부족하고 정비센터간 전문성 및 서비스 품질·가격이 상이하여 불편하다는 민원이 꾸준히 제기됨에 따라 이번 보조금 개편 시 새롭게 도입된 것이다. 

이에 따라 제조사 직영 정비센터 운영 시 가장 높게 평가를 하되, 일부 수입 브랜드 처럼 협력 센터 위탁 형태의 사후관리체계를 운영하더라도 제작사가 정비 인력 전문 교육을 직접 실시하는 등 일정 책임을 다할 경우 직영 정비센터 운영에 준하는 것으로 보고 보조금을 지원한다.

제작사의 저공해차 보급, 충전기반 확충, 혁신기술 개발 및 채택을 촉진하는 각종 지원책도 나왔다. 올해 저공해차 보급목표 상향으로 인한 제작사 부담을 완화하고 목표 이행을 독려하고자 ‘보급목표이행보조금’을 70만 원에서 140만 원으로 인상했다. 저공해차 보급목표제 대상 기업은 국내 제작사 현대·기아·쌍용·르노코리아·한국GM과 해외 제작사 벤츠·BMW·폭스바겐·도요타·혼다 등 10곳이다.

또, 제작사의 전기차 충전기 확충을 유도하기 위해 최근 3년내 급속충전기 100기 이상 설치한 제작사가 생산한 전기승용에는 ‘충전인프라보조금’ 20만 원을 추가로 지원한다. 완속충전기 10기는 급속충전기 1기로 간주한다.

전기승합(전기버스) 보조금은 고용량 배터리를 탑재하는 만큼 배터리 특성평가를 도입하여 배터리 안전성과 기술 수준을 높일 수 있도록 개편했다. 타 차종 대비 전기승합은 배터리 용량이 커 배터리가 차량 하중·연비·안전 등에 미치는 영향이 크다. 때문에  배터리 특성을 평가해 보조금을 차등 지급한다.

먼저, 안전을 위해 ‘자동차 관리법’ 상의 자동차 안전기준 중 ‘구동축전지 안전성 시험’에 대해 제조사가 국내 공인 시험기관 성적서를 제시할 경우 300만 원을 지원하는 등 우대해 안전 시험 결과에 대한 신뢰성·객관성을 높인다는 방침이다.

이와 함께 전기승합의 고품질화를 유도하고 전기차 배터리 기술 개발 촉진을 위해 에너지 밀도가 높은 배터리를 장착한 차량에 더 많은 보조금을 지급할 계획이다. 에너지 밀도가 1등급인 500KW/L 이상에서부터 4등급인 에너지밀도 400KW/L 미만으로 등급화한다. 전반적인 차량 성능 향상을 고려해 성능에 따른 보조금 차등을 확대한다.

수원특례시

1회 충전 주행거리 차등구간을 대형 전기승합은 440km(당초 400km), 중형 전기승합은  경우 360km(당초 300km)까지 확대했다. 또, 향후 보조금 지급대상 여부를 판단하기 위한 보급평가 요인으로 ‘최소연비’ 기준을 추가해 일정 수준 이상의 연비 성능을 보장할 계획이다.

전기 승합 역시 제작사별 사후관리(A/S) 역량에 따라 보조금을 차등 지원한다. 정비·부품관리센터 운영 및 정비이력 전산관리 여부에 따라 성능보조금(대형 6700만원 또는 중형 4700만원)을 최대 20%까지 차등 지급한다. 사후관리 여건이 유사한 전기화물에 대해서도 같은 사후관리역량 평가 기준을 적용한다.

전기화물 보조금은 전액 성능에 따라 차등지급해 성능개선을 촉진하고 생계형 수요를 고려해 취약계층·소상공인에 대한 혜택을 늘리도록 개편한다.

소형 전기화물 보급 증가추세를 고려해 보조금 단가를 전년도 대비 200만원 감액(1400만 원→1200만 원)하되 보조금 지원물량을 4만대에서 5만대로 늘렸다. 참고로 2020년에는 1만4093대, 2021년 2만6273대, 그리고 2022년에는 3만7630대였다.

다만, 대부분의 수요가 생계형이라는 점을 고려해 전기화물의 경우 취약계층·소상공인 대상 추가 지원 수준을 보조금 산정액의 30%(당초 10%)로 확대함으로써 전년도 수준의 보조금 혜택을 받을 수 있도록 했다.

성능과 상관 없이 정액지원되던 기본보조금 항목을 폐지하고, 전액 성능에 따라 지원하는 등 1회 충전 주행거리 차등 구간을 250km(당초 200km)까지 확대한다.

개인이 같은 차종을 구매할 때 보조금 지원을 제한하는 기간도 현행 2년에서 5년으로 연장한다. 이를 통해 보조금 차익을 노린 반복적인 전기차 중고매매 등 도덕적 해이 발생 가능성을 차단한다는 계획이다.

해가 바뀌고 한 달이나 지나서 개편안이 나온 점은 한동안 논쟁거리가 될 것으로 보인다. 하지만 전기승용 부분에서 보조금 전액 지급 기준이 상향 조정되고, 최근 수요가 늘어난 전기 화물 부분에서 주행 거리 차등 구간이 늘어난 점은, 금리 인상으로 주춤하는 전기차 수요를 다시금 높이는데 어느정도 효과를 미치게 될 것으로 보인다. 과연 개편안 적용 이후 첫 달 판매 실적이 전달 대비 큰 변화가 생겼을지 기대가 된다.  


“진작 나왔어야지!” 드디어 나온 전기차 보조금 개편안, 국내 시장 뒤흔드나? 
글 / 다키포스트
ⓒ DAKI POST,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콘텐츠 관련 문의 : dk_contact@fastlabs.co.kr


 “미리 잘 샀네” 역대급 인기 ‘이 차’, 연식변경에는 오히려 외면받는 이유 

▶ “아직 살아 있었어?” 그랜저 흥행 속에도 꾸준히 실적 내는 기아차 세단의 정체”

▶ “살짝 눈 아프네” 테슬라 로드스터 잡나? 일본산 ‘이 차’의 정체


추천 비추천

0

고정닉 0

0

댓글 영역

전체 댓글 0
등록순정렬 기준선택
본문 보기

하단 갤러리 리스트 영역

왼쪽 컨텐츠 영역

갤러리 리스트 영역

갤러리 리스트
번호 제목 글쓴이 작성일 조회 추천
설문 사이비 교주로 있으면 설득될 것 같은 스타는? 운영자 23/03/20 - -
657 “이거 너무한데” 벌써 9번째, 그랜저 오너들이 현대차에 대분노하는 이유 Daki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20 3 0
656 “죽을지도 모릅니다” 고속도로에서 운전자들이 가장 조심해야 할 ‘이 상황 Daki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6 1 0
655 "대박나겠네" 토레스 전기차, '이것'만 완벽하면 대성공 [10] Daki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3.20 1407 2
654 “이럴 줄 알았다” 코나 풀체인지, 판매 부진에 이어 ‘충격 소식’ 떴다 [64] Daki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3.19 7350 11
653 "솔직히 어때요?" 벤츠 신형 GLC 쿠페 공개되자 아빠들 난리 났다 [2] Daki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3.17 173 3
652 "카니발 큰일났네" 팀킬 걱정되는 기아 EV9, 역대급 디자인 [23] Daki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3.17 2014 2
651 "디자인 깡패" 한국에서 포착된 루시드 에어, 당장 계약한다 난리 [37] Daki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3.17 3168 6
650 “무시했죠? 과태료 내세요” 운전자들 과속하다 과태료 폭탄 [13] Daki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3.16 2729 5
649 "생각보다 괜찮네" 아반떼 페리 디자인 최종 완성, 예비 오너들 대환호 [35] Daki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3.15 2499 10
648 "결국 람보르기니도 선택" 1천 마력 이상 고성능의 비결은 '이것' [3] Daki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3.15 1738 6
647 “모르면 과태료 폭탄!” 의외로 몰라서 자주 걸리는 ‘이 상황’들 [1] Daki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3.14 1415 2
646 “역시 벤츠” 패션쇼에 '이 차' 선보인 놀라운 사연 [10] Daki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3.14 1433 5
645 “와, 대단하네” 대리운전 요금이 30만원? [8] Daki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3.13 2610 1
644 “이건 진짜 칭찬” G90, 운전자들 환호할 '이 기능' 조만간 출시 [24] Daki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3.12 5189 12
643 “차라리 BMW, 벤츠 사지” 유독 미국 수입차가 외면받는 이유 [23] Daki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3.12 4472 7
641 “잘 팔리겠네” 한국계 미국인이 개발한 '이 차' 국내 공개 확정 [49] Daki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3.10 5722 5
640 “비율 완벽하네” BMW가 공개한 '이 차' 잘 팔릴 수밖에 없는 이유 [32] Daki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3.10 2548 1
639 “영화에서나 볼 법한 일” 현대차, 향후 신차에 역대급 ‘이 기능’ 적용 [27] Daki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3.09 2278 1
638 “이유가 뭐지?” 신형 코나 일렉트릭, 한국•중국산 배터리 적용 [5] Daki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3.09 1678 4
637 "잘 팔리겠네" 신형 코나 일렉트릭, 아이오닉5 급 사양 적용 [31] Daki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3.08 3994 1
636 “이 가격이면 당연 레이” 잘 나가던 캐스퍼 결국 역전당한 이유 [62] Daki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3.08 5547 14
635 “우리가 무슨 죄?” 안타까운 주차단속, 이를 어쩌나 한숨 [51] Daki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3.08 4994 7
634 “무조건 알아야죠” 전기차 오너들 잘못 썼다가 오열하는 ‘이 기능’ 정체 [12] Daki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3.07 2218 3
633 “보이면 무조건 신고” 유독 오토바이가 단속에 잘 안 걸리는 이유 [26] Daki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3.07 2616 9
632 “벤츠도 인정” 17살에 자율주행 ‘이 부품’ 개발하자, 재벌 된 사연 [12] Daki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3.07 2779 6
631 “이게 현실 드림카지” 가성비 G바겐, 이건 무조건 계약한다고 난리 [10] Daki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3.06 2563 1
630 EV9, 카니발, 익스페디션, 타호. 유독 한국 오너들이 큰 차를 좋아하는 이유 [16] Daki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3.06 1845 3
629 “갑자기 대박났네” 쌍용차 대격변 예고, 하반기 토레스 전기차 등장한다 [6] Daki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3.06 2176 4
628 “디자이너 바꿨나?” 의외로 괜찮은 디자인, 캐딜락 역대급 SUV의 정체 Daki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3.05 287 1
627 "엔진만 아니면 살텐데" 디자인은 상남자, 포드 레인저 풀체인지 출시 Daki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3.05 203 1
626 “풀체인지가 아니야?” QM6 페이스리프트 잘 팔릴까? [32] Daki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3.03 8083 2
625 "이걸 먼저 내지" 나오면 완판 예정, ID.3 페이스리프트 공개 [1] Daki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3.03 317 1
624 “좋아보이긴 한데” 디자인 만큼은 합격인 ‘푸조 508’ 여름 출시 확정 [3] Daki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3.03 283 1
623 “벌써 5천대?” 신형 트랙스 양산 시작, 국내 물량은 언제? [4] Daki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3.03 2027 5
622 “결국 전부 금지” 출시 예정 신차 헤드램프 ‘이 기능’ 강제로 삭제된다 [2] Daki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3.02 520 3
621 “잘 만드네” 아이오닉 6 오너들이 극찬하는 ‘이 기능’, 야간에 대만족 [22] Daki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3.02 2233 4
620 “디자인 괜찮네” 5천대 그랜저 가격 수준, ‘토요타 크라운’ 출시 확정 [69] Daki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3.02 3326 23
619 “삼각떼는 피했다” 최근 공개된 아반떼 F/L, 현대차가 웬일이냐며 호평 Daki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28 490 2
618 “디자이너 누구야?” 너무 이상해서 누가 살까 싶은 'SUV'의 정체 [2] Daki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28 414 0
617 "포르쉐 + 볼보" 생각보다 잘 베껴서 논란인 '이 차'의 정체 [31] Daki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27 3305 6
616 “픽업 계약 취소” 의외로 쓸만한 2인승 QM6, 아빠들 주목 [1] Daki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27 2395 4
615 "이러니 망하지" 엔진 때문에 아쉬운 4천 대 '수입차'의 정체 [3] Daki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25 464 0
614 “이런 게 혁신” 현대차, 서울까지 11분이면 충분한 필살기 개발 중 [75] Daki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24 6402 15
613 “또 터졌어?” 툭하면 발생하는 ‘이 문제’ 오너들 후회막급 [1] Daki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23 357 0
612 “최대 185만원 인상” 포터2 전기차, '이것' 따로 선택 못해 난리 [4] Daki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22 1619 2
611 “나오면 무조건 계약” 너무 잘 나와서 난리, 3천 중반 ‘SUV’ 정체 [22] Daki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21 2542 1
610 “현대차 노조도 위험?” 전기차 때문에 위기, 확 바뀌는 자동차 업계 [5] Daki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21 1541 3
609 “신형 그랜저를 버텼네?” 역대급 가성비로 주목, 기아 K8 판매량 상승 [8] Daki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21 1780 3
608 “4천 초반” 스포티지보다 잘 팔리는 토요타 SUV의 정체 Daki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20 373 0
607 “이게 3천 후반?” 현대차도 긴장할 역대급 가성비, ‘이 전기차’ 정체 [3] Daki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20 444 0
갤러리 내부 검색
제목+내용게시물 정렬 옵션

오른쪽 컨텐츠 영역

실시간 베스트

1/8

뉴스

디시미디어

디시이슈

1/2

힛(HIT)NEW

그때 그 힛

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