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시인사이드 갤러리

갤러리 이슈박스, 최근방문 갤러리

갤러리 본문 영역

오늘 개빡친 안철수 기자회견 전문

ㅇㅇ(223.33) 2021.07.25 15:10:02
조회 65198 추천 2,128 댓글 980

viewimage.php?id=2fbcc323e7d334aa51b1d3a24781&no=24b0d769e1d32ca73feb86fa11d02831b7cca0f2855e21730c724febbe0b6d511d09f9a42d6935ec134ea74c39bb43ad602a39907f300afc1b0136b2830e688e87bbb2691e67e27cec






viewimage.php?no=24b0d769e1d32ca73feb86fa11d02831b7cca0f2855e21730c724febbe0b6d511d09f9a42d6935ec134ea74c39bb07ff22f8a2304bc1f2fa986809419a046c65fbeb9f19a55dec452920303f38873bc934e9423a2d386bece87d1a0f0c414701fa7d004ee9b45ea2a911





아래는 기자회견 전문이다.

대한민국의 위대한 주권자이신 존경하는 국민 여러분,

국민의당 대표 안철수입니다.

오늘은 세 가지를 말씀드리려고 합니다.

첫째, 김경수 전지사 유죄 확정판결에 문재인 대통령의 입장 촉구,

둘째, 추가 수사에 의한 진실 규명 요구,

셋째, 범야권 대선주자 공동대응 제안입니다.

저는 오늘 회견에 앞서 몇 번을 망설였습니다.

지난 대선에서 벌어졌던 드루킹 일당과 김경수 전지사에 의한

댓글 여론조작 사건의 가장 큰 피해자지만, 자칫 제 개인적 분노와 억울함을 호소하는 모습으로 비춰질까 하는 걱정에서였습니다.

하지만, 사과 한마디 없이 침묵으로 일관하는 문 대통령의 뻔뻔함과 오히려 범죄를 두둔하는 민주당을 보면서

계속 좌시할 수만은 없었습니다.

대한민국의 미래를 걱정하는 국민의 한 사람으로서, 그리고 피해자 이전에 생생한 증언자로서, 문제의 심각성을 다시 한 번 강력하게 제기해서 이런 반민주적 정치공작이 다시는 시도되지 않도록 뿌리 뽑아야만 한다고 생각했습니다.

그렇게 하지 않으면 이러한 천인공노할 민주주의 파괴 범죄가

이번 대선에서 다시 저질러져 민심이 왜곡되고 국민주권이 찬탈될 수 있다는 우려와 책임감이 저를 이 자리에 서게 만들었습니다.

지난 7월 21일 김경수 경남지사에 대한 대법원의 최종 유죄 판결로 지난 대선은 ‘5.9 부정선거’로 역사에 기록되게 되었습니다.

드루킹 일당과 킹크랩이라는 시스템이 동원된 불법 정치공작 선거였고, 그로 인해 여론이 조작되고 왜곡된 ‘대한민국에 대한 사기 범죄’였습니다.

그 결과, 당시 문재인 후보와 민주당은 부당한 범죄수익으로 권력을 획득했습니다.

국민과 야당은 정권을 도둑맞았습니다.

문재인 정권은 민의에 의해 선출된 정통성 있는 민주정권이 아닙니다.

문재인 정권은 한마디로 범죄수익에 기반한 ‘도둑 정권’이며

범죄의 결과물인 ‘장물 정권’입니다.

정권의 정통성은 상실된 것이 아닙니다.

처음부터 존재하지 않았습니다.

그렇다면 진실은 밝히고 문제는 바로잡아야만 합니다.

이처럼 중차대한 문제를 바로잡지 않고서 어떻게 민주주의를 말하고 정의와 공정을 입에 담을 수 있겠습니까?

존경하는 국민 여러분,

먼저, 저는 문재인 대통령에게 묻습니다.

대통령께서는 왜 이처럼 천인공노할 범죄에 대해 어떠한 유감 표명이나 사과 한마디 없습니까?

드루킹 일당과 김경수 전 지사의 댓글 조작 공작을 어디까지 알고 있었습니까?

침묵 자체가 스스로 떳떳하지 못함을 인정하는 것이라는 점은 알고 계십니까?

조금만 더 시간을 끌어서 관심에서 멀어지고 잊혀지기만을 기다리고 있는 것은 아닙니까?

저는 문재인 대통령께서 몰랐을 것이라고 생각하지 않습니다.

왜냐하면, 문 대통령은 (라임 사태와 관련해 뇌물수수 혐의로 구속된) 노사모 출신 이상호 씨가 2016년 총선에서 부산·경남 선거기획을 맡아 승리를 견인하자, 당시 대표도 아닌데 직접 전화를 걸어 ‘퍼펙트’를 연발하며 칭찬했을 정도로 선거 과정을 하나하나 챙겼던 분입니다.

이런 문 대통령이, 총선보다 더 중요한 대선, 그것도 자신의 운명이 직접 달린 선거에서 엄청난 일이 벌어지고 있다는 걸 몰랐을 리 없습니다.

최측근 중의 최측근으로 당시 문 후보 옆에 붙어다녔던 김 전 지사가 보고하지 않았을 리도 없습니다.

문 대통령은 어쩌면 그렇게도 노무현 전 대통령과 딴판입니까?

고 노무현 대통령은 최도술 비서관의 수뢰 사건이 터지자 “입이 열 개라도 그에게 잘못이 있다면 제가 책임을 져야 한다”라고 했습니다. 그런데 대법원의 최종 판결까지 난, 대한민국과 민주주의에 대한 사기 사건에 대해서 청와대와 대통령은 침묵하고 있습니다.

억울하면 억울하다, 인정하면 인정한다, 무슨 말이라도 있어야 국민들께서 판단하실 것 아닙니까?

혹시 대통령도 “진실은 제자리로 돌아온다”라고 말하는 범죄자와 똑같이 생각하는 것은 아닙니까?

그렇다면 그렇다고 말씀하시기 바랍니다.

국민은 지금 문재인 대통령에게 진실을 밝혀줄 것을 요구하고 있습니다.

저 안철수는, 진실을 밝히라는 국민의 요구에

대통령은 즉시 대답할 것을 강력히 촉구합니다.

민주당도 마찬가지입니다.

이처럼 엄청난 일을 당이 몰랐을 리 없습니다.

드루킹 일당과 민주당의 관계는 무엇이었습니까?

민주당은 어디부터 어디까지 알고 관여했는지 진실을 밝혀야 합니다.

과거 김대업 병풍 조작 사건의 역사를 볼 때, 민주당이 몰랐다는 것 또한 손바닥으로 하늘을 가리는 짓입니다.

존경하는 국민 여러분,

김경수 전지사의 범죄에 대한 확정판결로 사건이 종료된 것이 아닙니다.

드루킹 댓글 조작 사건에 대한 대통령의 직간접 관련 여부와 함께 추가 수사를 통해 밝혀져야 할 부분이 더 있습니다.

첫째, 바로 드루킹이 주도한 친문 단체이자 김 전 지사 범죄와 직접적인 연관성이 의심되는 소위 ‘경인선’의 범죄 연루 문제입니다.

‘경인선’에 대해서는 제대로 된 수사조차 이루어지지 못했습니다.

그들이 대선 과정에서 어떤 중요한 역할을 했기에, 대통령 후보 부인께서 만인이 지켜보는 체육관에서 그렇게 ‘경인선’을 외치며 애타게 찾아다녔는지 철저히 수사해 국민 앞에 그 이유와 배경을 밝혀야 합니다.

둘째, 신속한 수사와 증거보전이 필요했던 드루킹 사건에 대해 왜 늑장 수사가 이뤄졌는지도 철저히 규명해야 합니다.

특별검사 출범 이전까지 무엇이 무서웠기에 수사기관이 눈치를 봤고, 누가 지시했기에 그렇게 뭉개고 있었는지, 이제 밝혀야 할 때가 됐습니다.

셋째, 드루킹 조직 이외에도 제2, 제3의 다른 조직이 존재했을 것이라는 것이 합리적인 의심입니다.

중요한 일을 한 조직에게만 맡기는 일은 없습니다.

그러나 당시 민주당의 방해와 반대로, 특검법의 수사대상과 범위에 한계가 많아서 드루킹 이외에는 수사할 수가 없었습니다.

이제는 김경수 전 지사가 관리한 다른 조직들은 없었는지 밝혀야 합니다.

그래서 그 조직들이 이번 대선에서 다시 암약하는 일이 없도록 뿌리를 뽑아야 합니다.

넷째, 허익범 특별검사가 댓글 조작 비리를 밝히는데 많은 고생을 하셨지만, 특검법의 한계로 진짜 몸통에 대해서는 수사할 수 없었습니다.

여러분, 범죄에 있어 몸통은 무엇입니까?

범죄에 직간접 관련 여부와 별개로, 그 범죄의 최대 수혜자가 바로 몸통입니다.

드루킹 일당과 김경수 전지사의 범죄에 따른 범죄수익이 누구에게 갔습니까?

삼척동자도 다 아는 사실 아니겠습니까?

몸통을 찾는 추가 수사를 강력히 촉구합니다.

대통령께서 아무런 연관이 없고 양심에 거리낄 것이 없다면,

추가 수사에 대해 반대할 어떤 이유도 없을 것입니다.

민주당도 드루킹과 관련이 없다면 반대할 이유가 없을 것입니다.

왜냐하면 정치공작 범죄는 여야, 진보, 보수를 떠나 반드시 척결해야 할 가장 큰 정치 적폐이고, 대한민국의 적이자 민주주의의 적이기 때문입니다.

제가 드루킹과 김 전지사 사건에 대한 대통령의 입장을 요구하고 추가 수사를 촉구하는 것은 피해자의 권리를 주장하기 위해서가 아닙니다.

국가의 운명을 결정할 대선을 7개월 앞두고 있는 이 시점에서,

또 다시 꿈틀거리고 있는 불법적이고 파렴치한 공작정치의 망령을 없애야 하기 때문입니다.

이미 여권에서 흘러나오는 대선주자들의 과열된 행태나 정권을 빼앗기면 끝장이라는 격양된 사고와 인식이 그런 조짐을 보입니다.

대한민국 주권자인 국민에게 올바른 선택을 하실 수 있는 선거환경과 권리를 되돌려 드려야 합니다.

어떤 일이 있어도 내년 대선에서는 다시는 저와 같은 공작정치의 희생자가 없어야 합니다.

공작정치에 의해 민심이 왜곡되고 주권이 찬탈당하는 역사가 반복되는 것을 막아야 합니다.

그렇기 때문에 공작정치의 진짜 배후와 몸통에 대한 철저한 수사를 촉구하는 것이고 반드시 밝혀내야 하는 것입니다.

국민 여러분,

어떤 여당 의원은 지난 대선에서 어차피 문재인 후보가 됐을 거라고 발뺌하는 데 천만의 말씀입니다.

지난 대선, 저는 여러 조사에서 문재인 후보와 박빙의 상황까지 치고 올라가거나 앞섰던 적이 있습니다.

바로 그 순간에 드루킹과 김 전지사는 악랄하고 비열한 댓글 조작 시스템을 총 가동해서 큰 흠집을 냈습니다.

한마디로 전국민들이 보는 모든 뉴스의 모든 댓글을 저에 대한 외곡된 이미지를 만드는데 집중한 여론 조작으로 지지율 상승의 기세를 꺾고 추락시켰습니다.

3차 TV 토론은 킹크랩이 가동되고 지지율 추락이 시작된 열흘 후에 열렸습니다.

그들이 정치공작을 통해 제게 집중됐던 중도와 보수표를 야권의 다른 후보로 분산시키지 못했다면, 문재인 후보의 승리는 어림도 없는 일이었습니다.

여론 조작하지 않아도 당선됐을 것이라는 주장도, 올림픽 금메달 유력 후보라면 스포츠 도핑을 해서 금메달을 따도 아무 상관없다는, 말도 되지 않는 논리입니다.

대통령에게 거듭 촉구합니다.

진실을 가리지 마십시오.

국민 앞에 진실을 밝힐 것을 강력히 요구합니다.

아울러 드루킹의 진짜 배후와 몸통, 그리고 경인선 및 다른 유사 조직들에 대한 수사에 즉각 착수할 것을 검경에 촉구합니다.

아울러 야권의 대선주자들에게 호소하고 제안합니다.

정당을 떠나, 정권교체를 위해 힘을 합쳐야 할 연대 의식으로, 범야권 대선주자들의 공동대응을 제안합니다.

‘정치공작 분쇄를 위한 범야권 공동대책위원회’ 등 어떤 형식도 좋습니다.

참여의사를 밝혀주십시오.

함께 머리를 맞대고 대한민국과 민주주의를 수호하는 어벤저스가 되어 주십시오.

함께 진실을 밝혀냅시다.

드루킹 일당과 김경수 전 지사의 배후와 몸통을 밝히는 것은 저 안철수 개인의 문제가 아닙니다.

이 나라 정의와 자유민주주의를 지키는 일입니다.

정치공작을 분쇄하고 민의를 지켜내는 일입니다.

이번 대선에서 정권교체를 가로막는 장애물을 함께 치우는 공동의 작업이기도 합니다.

이 땅의 민주와 공정, 혁신과 통합, 그리고 문재인 정권의 종식을 위한 대연합의 관점에서 진지한 고민과 검토를 요청 드립니다.

고맙습니다.




출처: 국내야구 갤러리 [원본 보기]

추천 비추천

2,128

고정닉 349

125

댓글 영역

전체 댓글 0
등록순정렬 기준선택
본문 보기

하단 갤러리 리스트 영역

왼쪽 컨텐츠 영역

갤러리 리스트 영역

갤러리 리스트
번호 제목 글쓴이 작성일 조회 추천
23463 [몸갤] [ㅇㅎ] 짤선정 기본기 BJ 시즌2 [69]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3:20 22833 65
23462 [야갤] 그와중 카카오톡 이모티콘...근황 ㄹㅇ...jpg [516] Adida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3:10 58198 985
23461 [싱갤] 싱글벙글 유기견을 입양하기 꺼려지는 이유. JPG [506]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3:00 21155 427
23460 [롯데] 뉴강민 “이거” 가속화 되길 원하면 개추 ㅋㅌ [71] ㅇㅇ(117.111) 12:50 10762 296
23459 [싱갤] 싱글벙글 낙서 [164] ㅇㅇ(112.173) 12:40 20205 261
23458 [싱갤] 고전고전 야훼병신 [263] 커요밍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2:30 21814 242
23457 [해갤] 야구공이 존나 빠를 경우 생기는 일.gif [234] ㅇㅇ(59.151) 12:20 25271 232
23456 [알갤] 차은우 49억 펜트하우스 올현금 매입 [452] 컴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2:10 19226 184
23455 [카연] 앞자리 음침녀한테 최면술 걸기 4일 전 manhwa [195/1] 새만화금고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2:00 21829 97
23454 [야갤] 기회를 놓치지 않는...농심 근황 ㄹㅇ...jpg [565] Adida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50 73243 1367
23453 [몸갤] [ㅇㅎ] 은근히 좋은 짤 [136] ㅇㅇ(1.241) 11:40 44292 259
23452 [해갤] 90년대 일본....공중파 예능 수준 ....jpg [361] ㅇㅇ(59.5) 11:30 31585 428
23451 [바갤] 우리 로배갈과 함께했던 마지막 바리 - 후기 - [110] 사랑햐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20 7820 72
23450 [야갤] 요즘 급식들 유행 개좆같은거 원탑 ..jpg [786] 업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10 84031 1750
23449 [야갤] 깜짝... SBS 뉴스 "보징어게임" 자막 논란.jpg [522] ㅇㅇ(106.101) 11:00 56779 1147
23448 [키갤] 카나코코 만듬 [163] 유키냐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50 13867 153
23447 [카갤] 리그노트피셜: 안정환 라운드패배 [133] ㅇㅇ(121.127) 10:40 14868 118
23446 [싱갤] 싱글벙글 추억의 책 근황.jpg [388] ㅇㅇ(59.12) 10:30 42696 379
23445 [싱갤] 대한민국에서 가장 불행한 2030.jpg [510] ㅇㅇ(122.47) 10:20 48808 827
23444 [키갤] [굿즈대회]개인세의 왕 [242] Brrrrrrrrr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0 14696 126
23443 [야갤] K-강약약강 레전드…jpg [805] ㅇㅇ(223.62) 10:00 55556 1293
23442 [야갤] 야징어 게임 .. 미국 상황 ...jpg [753] 업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50 50373 864
23441 [야갤] [단독] 성남 위례 신도시 개발도 60배 수익 [379] ㅇㅇ(27.112) 09:40 21856 647
23440 [주갤] [ㅇㅎ] 전국최강 [110] 69(121.142) 09:30 34198 38
23439 [중갤] 한국인 91프로가 틀린다는 기본상식 ㄷㄷ.jpg [563]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20 46149 146
23438 [걸갤] [세이그로요리] 다-사마 쵸비코 생일테마 생선요리 [112] 까나디엥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10 7141 72
23437 [싱갤] 싱글벙글 편지 발송 거부사유 [465/1] ㅇㅇ(39.7) 09:00 39271 180
23436 [히갤] MCU 영화 전단 모음 [123] ㅇㅇ(223.38) 08:50 22006 178
23435 [싱갤] 미국에서 한국 갱 이미지.jpg [429] ㅇㅇ(39.7) 08:40 61598 651
23434 [프갤] (스압)프로레슬링으로 우동 반죽에 강한 압력을 가하면 더 맛있어질까? [143] ㅇㅇ(49.143) 08:30 19782 374
23433 [디갤] 햇빛과 카페(20pic), 재업 [95] 댕댕_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20 8259 39
23432 [싱갤] 싱글벙글 미국에서 학벌이란.jpg [819] 지함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10 55294 760
23431 [몸갤] [ㅇㅎ]검스 OL [92/1] ㅇㅇ(14.33) 08:00 44811 218
23430 [야갤] 미국에 개긴 아프리카 독재자 ㅗㅜㅑ.jpg [572]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50 67522 717
23429 [카연] 아싸 호랑나비 김하루 13.manhwa [65] 오투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40 17810 109
23428 [싱갤] 싱글벙글 일반적인 판타지 엘프 특징 [254/1] ㅇㅇ(211.36) 07:30 43973 720
23426 [바갤] 아다땟당 [290] 00(220.118) 07:10 39032 339
23425 [싱갤] 싱글벙글 간판 규제 도시 [283] ㅇㅇ(124.111) 07:00 37650 628
23424 [유갤] 뚜벅이들에게 ㅊㅊ하는 광천 오서산 흑기(사진 다수) [220] 마늘도살자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55 26896 114
23423 [싱갤] 싱글벙글 빗자루 찾기.GIF [531] 싱글벙글움짤러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45 55207 785
23422 [몸갤] [ㅇㅎ]니시무라 호노카 [280] Rave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35 46899 205
23421 [싱갤] 싱글벙글 러브젤 광고 [359] ㅇㅇ(58.228) 01:25 72927 467
23420 [싱갤] 싱글벙글 군대체험하는 여고생.jpg [830] ㅇㅇ(220.73) 01:15 76146 981
23419 [조갤] (스압) 화성호 매향리 잠깐 다녀옴 ㅎ.ㅎ [116] Saemona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05 10765 50
23418 [싱갤] 싱글벙글 네덜란드 훈남이 알고있는 한국어 [484] 야꽁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0:55 63896 902
23417 [야갤] 팬클럽... 1.7만명..... 댄스팀... 누나... gif [242] 누나(14.42) 00:45 69138 171
23416 [싱갤] [스압주의]반스 클릿 커스텀 후기&정보공유 -1 [135] ㅇㅇ(61.82) 00:35 14970 71
23415 [야갤] [ㅇㅎ] 美.. P허브.. 주간인기... 3위... 왕가슴.. 누나.. gif [239] 누나(14.42) 00:25 69547 219
23413 [야갤] 요즘... 외롭다는... 인스타... 누나... gif [241] 누나(14.42) 00:05 74307 138
23412 [보갤] 맥도날드 키오스크 근황 ㅋㅋ [512] 무영검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24 71703 395
갤러리 내부 검색
제목+내용게시물 정렬 옵션

오른쪽 컨텐츠 영역

실시간 베스트

1/8

힛(HIT)NEW

그때 그 힛

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