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시인사이드 갤러리

갤러리 이슈박스, 최근방문 갤러리

갤러리 본문 영역

유도, 일본을 침묵시킨 전설의 다리잡기...gif

ㄴㄴ(118.41) 2021.07.27 09:50:01
조회 47596 추천 557 댓글 388


viewimage.php?id=3eb4de21e9d73ab360b8dab04785736f&no=24b0d769e1d32ca73deb86fa11d02831d16706cea37200d6da9182798675dc639803dae4a94d995b0e06abc5efe363669e4a9d5edc643f5996f18681c1c115bfa3cb160c8fdf2dbf35e38216


185cm 100kg,

전일본 선수권 2연패, 아테네 올림픽 유도 100kg급 금메달, 세계선수권 유도 100kg급 금메달에 빛나는

일본의 유도영웅 스즈키 케이지는 2008년 베이징 올림픽에서 일본 선수단의 주장으로 당당히 출국하여



viewimage.php?id=3eb4de21e9d73ab360b8dab04785736f&no=24b0d769e1d32ca73deb86fa11d02831d16706cea37200d6da9182798675dc639803dae4a94d995b0e06abc5efe363669e4a9d5edc643f5996f18681c1c115bfaccb4750838822b935e38216


32강에서 무명의 23살 몽골 선수를 만나게 되는데...



viewimage.php?id=3eb4de21e9d73ab360b8dab04785736f&no=24b0d769e1d32ca73deb86fa11d02831d16706cea37200d6da9182798675dc639803dae4a94d995b0e06abc5efe363669e4a9d5edc643f5996f18681c1c115bff49b4056898821bc35f99c16


 어린 시절 몽골 씨름(부흐) 선수로 활동하다 유도로 전향한 유도 경력 6년의 나이단 투신바야르였다.
몽골은 열악한 사정 탓에 타 국가대표 선수들의 경기 영상 분석도 미비했으며 해외 훈련도 자주 가지 못하는 상황이었다.

그는 다양한 훈련상대를 접하는 유도 강국의 선수들처럼 지원을 받지 못했기 때문에 몽골 씨름(부흐) 선수들을 비롯한
레슬링 선수들과 훈련을 하며 올림픽을 향한 의지를 불태웠다.




viewimage.php?id=3eb4de21e9d73ab360b8dab04785736f&no=24b0d769e1d32ca73deb86fa11d02831d16706cea37200d6da9182798675dc639803dae4a94d995b0e06abc5efe363669e4a9d5edc643f5996f18681c1c115bff19e4003dc8e75bc35e38216


나이단 투신바야르는 출국하기 전, 몽골 기자들을 향해

"결과는 모른다. 다만 몽골의 사나이로써 부끄럽지 않게 최선을 다하겠다. 세계에 부딪혀보고 오겠다." 라고 말했다.




viewimage.php?id=3eb4de21e9d73ab360b8dab04785736f&no=24b0d769e1d32ca73deb86fa11d02831d16706cea37200d6da9182798675dc639803dae4a94d995b0e06abc5efe363669e4a9d5edc643f5996f18681c1c115bff0991a018b8c27be35e38216


당시 기준으로, 참가 선수들 중 가장 세계랭킹이 낮았던 몽골의 나이단 투신바야르는 

그렇게 베이징으로 향하는데...




 32강 VS 스즈키 케이지 (일본 국대, 2004 아테네 올림픽 금메달, 2003, 2005 세계선수권 금메달)



viewimage.php?id=3eb4de21e9d73ab360b8dab04785736f&no=24b0d769e1d32ca73deb86fa11d02831d16706cea37200d6da9182798675dc639803dae4a94d995b0e06abc5efe36366d816c75eb764305295f6e8859392128263e91e7968cecb


175cm 100kg의 나이단 투신바야르는 시작하자마자 잡기 싸움을 피하며 태클 페인트를 주기 시작.




viewimage.php?id=3eb4de21e9d73ab360b8dab04785736f&no=24b0d769e1d32ca73deb86fa11d02831d16706cea37200d6da9182798675dc639803dae4a94d995b0e06abc5efe36366d816c75eb764305295f6e8d6c1c810d30574291db8d924


 잡기싸움 도중 하단태클 페인트




viewimage.php?id=3eb4de21e9d73ab360b8dab04785736f&no=24b0d769e1d32ca73deb86fa11d02831d16706cea37200d6da9182798675dc639803dae4a94d995b0e06abc5efe36366d816c75eb764305295f6e885c39142d7619206bd3bddc5


 기습적인 어깨로 메치기 (Kata-guruma, 하단 공격으로 시작하여 연계되는 기술) 시도




viewimage.php?id=3eb4de21e9d73ab360b8dab04785736f&no=24b0d769e1d32ca73deb86fa11d02831d16706cea37200d6da9182798675dc639803dae4a94d995b0e06abc5efe36366d816c75eb764305295f6e8d5c5c9478209687252ccf2f9


 엉덩이 뺐다가 무릎꿇고 들어가는 더블렉 태클슈팅




viewimage.php?id=3eb4de21e9d73ab360b8dab04785736f&no=24b0d769e1d32ca73deb86fa11d02831d16706cea37200d6da9182798675dc639803dae4a94d995b0e06abc5efe36366d816c75eb764305295f6e8d2c1c01184a432e4b1649d9d


 유도 올림픽 금메달 상대로 들어가는 다리잡아 메치기  (싱글렉, 속칭 짜바리)




viewimage.php?id=3eb4de21e9d73ab360b8dab04785736f&no=24b0d769e1d32ca73deb86fa11d02831d16706cea37200d6da9182798675dc639803dae4a94d995b0e06abc5efe36366d816c75eb764305295f6e880939411d46462d670884ca6


기어이 장거리 태클 슈팅에 이은 더블렉으로 한판승을 따내는 나이단 투신바야르
한판을 피하기 위해 깽깽이를 뛰다 쳐박히는 아테네 유도 영웅의 모습에 일본 해설진은 침묵.



 16강 VS 벤자민 베를라 (독일 국대, 2008 유럽선수권 동메달, 세계유도연맹 콘티넨털오픈 1위 )



viewimage.php?id=3eb4de21e9d73ab360b8dab04785736f&no=24b0d769e1d32ca73deb86fa11d02831d16706cea37200d6da9182798675dc639803dae4a94d995b0e06abc5efe36366d816c75eb764305295f6e88e93c411d4ca23f459440698


16강에서 만난 독일 100kg급 국가대표 벤자민 베를라의 어깨로 메치기 시도를 방어하는 나이단
193cm의 신장과 205cm의 리치로 변칙적인 다리기술과 어깨로 메치기, 하단공격이 주 특기로
동양 선수들을 상대로는 여포같은 모습을 종종 보였기 때문에 175cm인 나이단은 불리한 상황에 놓인듯 보였는데




viewimage.php?id=3eb4de21e9d73ab360b8dab04785736f&no=24b0d769e1d32ca73deb86fa11d02831d16706cea37200d6da9182798675dc639803dae4a94d995b0e06abc5efe36366d816c75eb764305295f6e88791c81f82e60c9f3deb066f


엉덩이 뺀 독일 국대 (레슬링 경력 보유)를 상대로 태클 페인트





viewimage.php?id=3eb4de21e9d73ab360b8dab04785736f&no=24b0d769e1d32ca73deb86fa11d02831d16706cea37200d6da9182798675dc639803dae4a94d995b0e06abc5efe36366d816c75eb764305295f6e883c1c045d20551fb2905203a


하단공격이 주특기인 선수에게 역으로 어깨로 메치기 들어가는 나이단





viewimage.php?id=3eb4de21e9d73ab360b8dab04785736f&no=24b0d769e1d32ca73deb86fa11d02831d16706cea37200d6da9182798675dc639803dae4a94d995b0e06abc5efe36366d816c75eb764305295f6e88090c144d62f9cfbfcf1239d


싱글렉





viewimage.php?id=3eb4de21e9d73ab360b8dab04785736f&no=24b0d769e1d32ca73deb86fa11d02831d16706cea37200d6da9182798675dc639803dae4a94d995b0e06abc5efe36366d816c75eb764305295f6e886c6c313d6082eca88a5050a


계속해서 하단 공격 들어오는 나이단에 당황한 벤자민 베를라





viewimage.php?id=3eb4de21e9d73ab360b8dab04785736f&no=24b0d769e1d32ca73deb86fa11d02831d16706cea37200d6da9182798675dc639803dae4a94d995b0e06abc5efe36366d816c75eb764305295f6e8d2949212d3d60123e5b60bbe


하단태클로 동양선수 잡아먹던 독일 국대를, 더블렉으로 기어이 넘김





viewimage.php?id=3eb4de21e9d73ab360b8dab04785736f&no=24b0d769e1d32ca73deb86fa11d02831d16706cea37200d6da9182798675dc639803dae4a94d995b0e06abc5efe36366d816c75eb764305295f6e88291c514815a936e82ee88ed


멘탈털린 독일 국대를 상대로 어깨로 메치기로 승리를 따내는 나이단




 8강 VS 장성호 (한국 국대, 2004 아테네 올림픽 은메달, 2006 아시안게임 금메달)




viewimage.php?id=3eb4de21e9d73ab360b8dab04785736f&no=24b0d769e1d32ca73deb86fa11d02831d16706cea37200d6da9182798675dc639803dae4a94d995b0e06abc5efe36366d816c75eb764305295f6e8d6c3c44485bf2a12143462a6


190cm의 장성호와 175cm 나이단의 잡기싸움. 잡기싸움에서 밀리는 나이단은




viewimage.php?id=3eb4de21e9d73ab360b8dab04785736f&no=24b0d769e1d32ca73deb86fa11d02831d16706cea37200d6da9182798675dc639803dae4a94d995b0e06abc5efe36366d816c75eb764305295f6e88e97c61fd4a1802b6f66cd60


에라 모르겠다 묻지마 싱글렉

장성호의 허리후리기 카운터 실패.




viewimage.php?id=3eb4de21e9d73ab360b8dab04785736f&no=24b0d769e1d32ca73deb86fa11d02831d16706cea37200d6da9182798675dc639803dae4a94d995b0e06abc5efe36366d816c75eb764305295f6e880c7c016852c3bd49a840c4e


 190cm의 장성호를 상대로 회심의 싱글렉을 성공시키며 나이단 승리.



4강 VS 무블로드 미라일레브 (아제르바이잔 국대, 2003 오사카 세계선수권 동메달, 2004 아시아선수권 금메달)




viewimage.php?id=3eb4de21e9d73ab360b8dab04785736f&no=24b0d769e1d32ca73deb86fa11d02831d16706cea37200d6da9182798675dc639803dae4a94d995b0e06abc5efe36366d816c75eb764305295f6e880909447d0b4c39114062ba1


4강 상대는 원조 다리성애자 185cm 100kg 아제르바이잔 국대, 중동 유도의 힘캐 무블로드 미라일레브
마찬가지로 아제르바이잔 레슬링 선수에서 유도로 전향한 케이스
시작한지 10초만에 다리잡아 메치기 들어오는 나이단을 보고 놀란 미라일레브




viewimage.php?id=3eb4de21e9d73ab360b8dab04785736f&no=24b0d769e1d32ca73deb86fa11d02831d16706cea37200d6da9182798675dc639803dae4a94d995b0e06abc5efe36366d816c75eb764305295f6e88197c74084bb8177c976371d


원조 하단기의 강자답게 어깨로 메치기를 가볍게 방어하는 미라일레브




viewimage.php?id=3eb4de21e9d73ab360b8dab04785736f&no=24b0d769e1d32ca73deb86fa11d02831d16706cea37200d6da9182798675dc639803dae4a94d995b0e06abc5efe36366d816c75eb764305295f6e8d691c510d2c386747fd09772


그러건 말건 계속해서 시도하는 태클, 그러나 이번에는 쉽지않음





viewimage.php?id=3eb4de21e9d73ab360b8dab04785736f&no=24b0d769e1d32ca73deb86fa11d02831d16706cea37200d6da9182798675dc639803dae4a94d995b0e06abc5efe36366d816c75eb764305295f6e882c7c843d26e50c551d3be0c


 미라일레브의 하단 공격을 목깃 끌어내려 방어한 후 업어치기 카운터 시도
나이단의 대회 최초의 상체공격 시도 장면






viewimage.php?id=3eb4de21e9d73ab360b8dab04785736f&no=24b0d769e1d32ca73deb86fa11d02831d16706cea37200d6da9182798675dc639803dae4a94d995b0e06abc5efe36366d816c75eb764305295f6e8d4c6c31682c76b157a05234c


몽골의 나이단 투신바야르에게 힘에서 밀리는 아제르바이잔 국대 미라일레브의 필사적 방어 

결국 승부를 내지 못하고 연장으로 돌입




viewimage.php?id=3eb4de21e9d73ab360b8dab04785736f&no=24b0d769e1d32ca73deb86fa11d02831d16706cea37200d6da9182798675dc639803dae4a94d995b0e06abc5efe36366d816c75eb764305295f6e88196c140d8de997fd7b87913


 골든 스코어에서 기어이 어깨로 메치기로 승리해버리는 나이단


 

결승 VS 아스캇 지트케예프 (카자흐 국대, 2004 아테네 올림픽 동메달)




viewimage.php?id=3eb4de21e9d73ab360b8dab04785736f&no=24b0d769e1d32ca73deb86fa11d02831d16706cea37200d6da9182798675dc639803dae4a94d995b0e06abc5efe36366d816c75eb764305295f6e88e97934386a6a91f94c1ffa4


모든 상대를 한판으로 격파하고 올라온 카자흐 국대 187cm 100kg 아스캇 지트케예프를 상대로
역시나 싱글렉부터 들어가는 나이단





viewimage.php?id=3eb4de21e9d73ab360b8dab04785736f&no=24b0d769e1d32ca73deb86fa11d02831d16706cea37200d6da9182798675dc639803dae4a94d995b0e06abc5efe36366d816c75eb764305295f6e881cbc213847f6dc1dfb2d7b3


한결같은 어깨로 메치기로 점수 따내기 성공





viewimage.php?id=3eb4de21e9d73ab360b8dab04785736f&no=24b0d769e1d32ca73deb86fa11d02831d16706cea37200d6da9182798675dc639803dae4a94d995b0e06abc5efe36366d816c75eb764305295f6e882c3c41183515bad7ff4d124


나이단에게 힘에서 밀리는 카자흐 국대, 싱글렉 방어 실패





viewimage.php?id=3eb4de21e9d73ab360b8dab04785736f&no=24b0d769e1d32ca73deb86fa11d02831d16706cea37200d6da9182798675dc639803dae4a94d995b0e06abc5efe36366d816c75eb764305295f6e880c3c84781b9e1588b1b1016


싱글렉으로 엉덩이를 찧으며 패배하는 카자흐 국대
몽골 건국이래 역사상 최초 올림픽 금메달, 100kg급 나이단 투신바야르




viewimage.php?id=3eb4de21e9d73ab360b8dab04785736f&no=24b0d769e1d32ca73deb86fa11d02831d16706cea37200d6da9182798675dc639803dae4a94d995b0e06abc5efe363669e4a9d5edc643f5996f18681c1c115bfa29742518b8d2cb135e38216



2008 올림픽 예선 ~ 결승까지 공격시도 중 98% 하단잡기로 시작 (어깨로 메치기, 다리잡아 메치기)

100kg 몽골 국가대표, 유도 올림픽 금메달 나이단 투신바야르

 

다리잡기가 전면 금지된 현재의 유도에서는 다시 볼 수 없는 경기 장면




viewimage.php?id=3eb4de21e9d73ab360b8dab04785736f&no=24b0d769e1d32ca73deb86fa11d02831d16706cea37200d6da9182798675dc639803dae4a94d995b0e06abc5efe363669e4a9d5edc643f5996f18681c1c115bfa3ca45558e8a2dbe35e38216



몽골 스포츠 역사상 최대 시청률 92%를 기록한 나이단 투신바야르의 경기들







출처: 싱글벙글 지구촌 갤러리 [원본 보기]

추천 비추천

557

고정닉 134

36

댓글 영역

전체 댓글 0
등록순정렬 기준선택
본문 보기

하단 갤러리 리스트 영역

왼쪽 컨텐츠 영역

갤러리 리스트 영역

갤러리 리스트
번호 제목 글쓴이 작성일 조회 추천
설문 인상과는 달리 의외로 사고 안 친 스타는? 운영자 21/09/28 - -
23945 [카연] 똥개 키우는 만화 2 [225] 손영(122.34) 01:55 6492 200
23944 [싱갤] [ㅇㅎ]귀염귀염 일본 av 배우 [189] ㅇㅇ(175.201) 01:45 12594 26
23943 [싱갤] 싱글벙글 당근마켓 야생의 맘충 [172] ㅇㅇ(219.249) 01:35 25595 462
23942 [카연] 연휴에도 살벌한 가을 정원 [75] 미스터리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25 9506 63
23941 [몸갤] [ㅇㅎ]꼴릿한 다리를 가진 서양 누나 [69] ThugBoki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15 29676 65
23940 [야갤] 스브스 "보징어게임" 자막에 트페미들 지랄발광중.jpg [744] 유양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05 42241 1284
23939 [싱갤] 오싹오싹...육군갈 미필들은 가면 ㅈ되는 사단...jpg [282] ㅇㅇ(210.94) 00:55 29405 323
23938 [우갤] 대머리가 금융권에 취업이 힘든 이유.jpg [267] 제이통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0:45 21346 139
23937 [야갤] 자취방... 가구... 사러 간... 막내누나... gif [207] 누나(14.42) 00:35 29399 51
23936 [싱갤] 오싹오싹 군대 총기난사의 원인이 된 그림.. [390] ㅇㅇ(222.235) 00:25 33722 310
23935 [중갤] 트릭컬 근황.jotmanggame [151] ㅇㅇ(125.130) 00:15 28150 173
23934 [야갤] [ㅇㅎ]간만에... 신작 촬영... 日... 왕가슴.. AV 누나... gif [133] 누나(14.42) 00:05 25364 59
23933 [싱갤] 싱글벙글 이과유머 [402] ㅇㅇ(110.76) 09.28 36389 408
23932 [오갤] [사진] 유리공 아재의 충격적인 근황 .jpg [148] ㅇㅇ(121.180) 09.28 31968 494
23931 [싱갤] 싱글벙글 요즘 전기차 기능.GIF [363] 싱글벙글움짤러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28 39327 232
23930 [중갤] 요즘 게임회사 취업 트렌드 근황.jpg [399] ㅇㅇ(121.136) 09.28 39432 203
23929 [알갤] 2011년 서울대생의 뻘글 [654] 바스티안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28 38689 641
23928 [싱갤] 싱글벙글 K히틀러 [426] ㅇㅇ(112.187) 09.28 42384 778
23926 [싱갤] 싱글벙글 흙수저갤러리 [1182] ㅇㅇ(223.38) 09.28 51103 1410
23925 [야갤] 야붕이들 기억력 감퇴 이유... .JPG [579] 시노노메하카세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28 75260 675
23924 [중갤] 싱글벙글한 호주 양봉업자 . JPG [427] 짤잼헌터(110.47) 09.28 33155 497
23923 [싱갤] 싱글벙글 교수 암살촌.manhwa [273] 미츠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28 42407 708
23922 [바갤] 어제자 운문 접촉사고.gif [644] ㅇㅇ(218.145) 09.28 27988 286
23921 [싱갤] 장사 똑바로 하세욧 [618] ㅇㅇ(118.221) 09.28 49415 1351
23920 [연갤] [ㅇㅎ] 아사쿠라 유이 (浅倉唯) [140] 바바바밤비(218.154) 09.28 22012 154
23919 [자갤] 부산 오물테러 사건 차붕이들이라면 어떻게 함? [692] 대인배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28 32091 373
23918 [스갤] 요즘 일본 지하철 근황.gif [601] ㅇㅇ(118.235) 09.28 56719 270
23917 [중갤] 깜짝... 현재 혼돈에 빠진 배틀필드 2042 근황...JPG [424] 신소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28 46146 317
23915 [주갤] [ㅇㅎ] 여갤러 [462] 분홍빤쓰(14.33) 09.28 62092 458
23914 [하갤] All려 [76] ㅇㅇ(61.82) 09.28 25314 80
23913 [중갤] 스팀 깜짝.. 중국 게임업계 스팀 보이콧 선언..JPG [572] 신소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28 46560 619
23912 [싱갤] 싱글벙글 시달소,늑대아이 감독 신작..gif [490] ㅇㅇ(219.249) 09.28 47774 295
23911 [국갤] 김두관, 열성당원 문자에 "뒤비자라" [245] ㅇㅇ(118.223) 09.28 20533 215
23910 [탈갤] 두파탈모는 신경치료로 가능하다 [386] ㅇㅇ(59.24) 09.28 38412 104
23909 [야갤] [ㅇㅎ] 미스맥심 2021 4라운드(8강. 란제리라운드) 진출자 [203/1] (김수한무거북이와두루미삼천갑자동방석)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28 41529 133
23908 [오갤] 오징어게임 원조 주장하는 원작자 떴다..jpg [565] ㅇㅇ(175.223) 09.28 59719 573
23907 [걸갤] 충격 이달소 츄, 정산 아직못받아 아직입니다. [525] 쿠크다스49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28 49713 387
23906 [야갤] 야붕이 리뷰 테러했다고 전화존나온다 ㅋㅋ.jpg [1193] ㅇㅇ(223.62) 09.28 70176 1411
23905 [싱갤] 싱글벙글 오늘자 아침마당 노라조 gif [388] ㅇㅇ(192.168)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28 48338 389
23904 [국갤] 서판교 터널 공사비 중 200억 행방묘연 [394] 엉덩이탐정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28 27840 692
23903 [야갤] 양주 고깃집 갑질 모녀 최신 결말...jpg [596] ㅇㅇ(223.62) 09.28 59879 1070
23902 [몸갤] [ㅇㅎ]엉덩이 [145] 짤업로딩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28 54172 172
23901 [모갤] 추석연휴직전 서울교통공사, 탈선사고 발생 [140] KORAIL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28 24869 110
23900 [싱갤] 부들부들 이젠 좀 꺼져줬으면 하는 밈 [1131] ㅇㅇ(118.235) 09.28 75437 1857
23899 [야갤] 고소각오)) 뿌가놈 내로남불 모음집....jpg [802] ㅇㅇ(210.217) 09.28 50034 1339
23898 [싱갤] 싱글벙글 레즈비언 먹금 [615] ㅇㅇ(110.12) 09.28 71778 1676
23897 [주갤] 요즘 대학교 홍보방법...jpg [551] 나는(58.77) 09.28 68539 785
23896 [카연] 단편) 머리없는 로봇과 완벽한 로봇 [319] 수석어시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28 30782 514
23895 [여갤] 제시카, 패션 회사 빚 80억…♥타일러권 소송 휘말렸다 [524] ㅇㅇ(61.253) 09.28 45841 409
23894 [야갤] [ㅇㅎ]신작 촬영... 日 열도... 왕가슴... 누나... gif [215] 누나(14.42) 09.28 53601 181
갤러리 내부 검색
제목+내용게시물 정렬 옵션

오른쪽 컨텐츠 영역

실시간 베스트

1/8

힛(HIT)NEW

그때 그 힛

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