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시인사이드 갤러리

갤러리 이슈박스, 최근방문 갤러리

갤러리 본문 영역

깜짝...AOA 권민아 인스타 근황..jpg앱에서 작성

원영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021.07.29 10:00:02
조회 77364 추천 531 댓글 609

viewimage.php?id=2fbcc323e7d334aa51b1d3a24781&no=24b0d769e1d32ca73feb86fa11d02831b7cca0f2855e21730c724febbe076d51e37d8a6d62619f891f37f7e2737805dc5be95640d9a9d2aebfe4f1599aa94868c1f733f1dc8ae77067b64ccf39adf3aac8729ee112b7ec04c4cd919ccd5979c5c4ca57d60e06

viewimage.php?id=2fbcc323e7d334aa51b1d3a24781&no=24b0d769e1d32ca73feb86fa11d02831b7cca0f2855e21730c724febbe076d51e37d8a6d62619f891f37f7e2737805dc5be95640d9a9d2aebfe4f1599aa94b3e93cf88bff3e3f2dd850601833c230556131ef6da1100648dcc853bef4a5d4f9ba33b99a2904468270e1b2b465e40

viewimage.php?id=2fbcc323e7d334aa51b1d3a24781&no=24b0d769e1d32ca73feb86fa11d02831b7cca0f2855e21730c724febbe076d51e37d8a6d62619f891f37f7e2737805dc5be95640d9a9d2aebfe4f1599aa94c6dee1507375fe7839e22696fd04fb95693d31d4b4a267ea43401a65664d1bbd22f498ce295d7214bb28c2a2821df0b7411cef47f4e3b20b9af01

viewimage.php?id=2fbcc323e7d334aa51b1d3a24781&no=24b0d769e1d32ca73feb86fa11d02831b7cca0f2855e21730c724febbe076d51e37d8a6d62619f891f37f7e2737805dc5be95640d9a9d2aebfe4f1599aff196f243ec51789bc5ecf28bf9ab1ed920473cb65951754ea4df86cfb3a02a2daab1ed8b629076811ccfa6ccf56a7b1e967667a4c8ba482b5d60593

viewimage.php?id=2fbcc323e7d334aa51b1d3a24781&no=24b0d769e1d32ca73feb86fa11d02831b7cca0f2855e21730c724febbe076d51e37d8a6d62619f891f37f7e2737805dc5be95640d9a9d2aebfe4f1599aac403a02d2fd641cfa135337fd3e66b4fd4122b42310220a72fd42ad56395dfa3f87d22f045bc3438e2e084a836be92709430d440248bb6e23b9259d

viewimage.php?id=2fbcc323e7d334aa51b1d3a24781&no=24b0d769e1d32ca73feb86fa11d02831b7cca0f2855e21730c724febbe076d51e37d8a6d62619f891f37f7e2737805dc5be95640d9a9d2aebfe4f1599afb4d3dc4b67b3e80ea18f5db1e36c341ba4aeaa0e79bf3a43a29281faec0fa9ed856ab56fb527199b1ce8ab0955641ba96fc38fadbe8b048a8f1a0ee



너무 억울해서 사생활 까발렸다함  


아 ㅋㅋ







민아 인스타글 텍스트 가져옴.





1장-안녕하세요...

우선 제가 뱉은 말에 책임지지 않은 행동을 보이게되서 정말 죄송합니다..인스타그램을 당분간 끊고, 자숙하는 시간을 가지겠다고 말해놓구선.. 또 한번 불편한 시선을 주게 됬습니다..정말 많이 고민을 했습니다. 사실 그냥 입 다물고 있기에는 유씨의 사건도, 신지민 언니의 사건도 점점 더 당사자인 제가 겪은 내막과는 너무 다른 이야기들이 나오고 있고, 또 많은 분들께서 해명을 하라고 하셔서... 저도 있는 그대로를 전부 설명하고 싶습니다.내용이 너무나도 길어질 것 같아서 현재 나오는 얘기들 위주로 거짓없이 이야기 하겠습니다.우선 저는 신지민 언니 사태의 피해자 입니다. 절대 가해자가 아닙니다. AOA라는 그룹 생활과 연습생 포함하여 17살 3월에 연습생 생활을 시작했으니까, 10년동안의 손찌검, 욕, 모욕 등을 당한 피해자 입니다. 만약 모든 멤버와 사람들에게도 저한테 대하듯이 대하였더라면 저는 억울하지도 피해자라고도 하지 않았을 것입니다. 이거에 대해서는 다른 멤버들도 지금 사이가 어떻든 구의동 숙소에서 술마시며 고민상담 할 때 포함하여 여러번 인정했던 부분이니까. 저 혼자 느낀 자격지심, 그리고 허언증 아닙니다. 떠도는 성명문에 대해서도 이야기 하겠습니다.


① → 임종을 지켰다? 스케줄 소화 방해될까봐 본인 스스로 병문안을 못 갔다?-> 인기가요에서 사뿐사뿐+모던 파머 활동 때 가장 바쁜 시기라 병문안을 갈 기회조차 적기는 했지만 췌장암 말기 선고를 받은 아버지의 병문안을 오랜만에 갔었을 때 처음 입원했던 모습과 달리 해골로 변해있는 아버지의 모습을 보고 잊을 수가 없었습니다. 물론 지금도요. 인기가요 대기실에서 헤어수정을 보다가 갑자기 해골이 된 아버지 모습이 떠올랐습니다. 이 악물고 참았는데 소리하나 안 내고 또르르 한방울 흘러내렸습니다. 그래서 고개를 살짝 숙였는데 지민언니가 그걸보고 저를 옷 갈아입는 곳으로 데려가 "너 때문에 분위기 흐리게 하지 말라고, 사람들이 왜 니 눈치를 보게 만드냐고" 이런식으로 저를 혼내서 제가 아빠가 곧 가니까 무서워서 그랬다고.. 대답을 하고, 다 혼나고 생각을 했습니다.신지민 언니는 정말 무서운 존재였습니다. 스케줄이 끝나면 새벽에 몇번을 병문안 갈 수있는 (잠시) 기회가 있었지만, 이번에 가면 아버지의 모습이 어떨지 두려웠고, 매일 멤버들과 스케줄이 있는데.. 행여나 한번 더 울었다가는.. 어떻게 혼났을지 상상도 하기 싫었습니다. 고작 혼나는 게 두려워서 두달 반밖에 시간이 없는 아버지를 보러가지 못했다? 안 믿기죠..? 무서웠어요 그만큼이나... 임종을 지켰다?위급하다는 연락을 받고, 도착했을 때 아버지는 시체나 다름이 없었고, 삐- 소리가 울렸어요.곁에서 함께 있어주는게.. 30분이라도, 말 한마디라도 할 수 있었어야 하는게... 그게 임종을 지킨다의 뜻중에도 있습니다. 삐- 소리 들었으니까 임종을 지킨거라면.. 글쎄요 지킨 건가요? 그리고 옆에 아버지가 스케치북에 삐뚤삐뚤한 글씨로 "우리 막내딸 어디 있어요..?" 절 찾았던 흔적을 봤을 때 제 심정은 어땠을까요? 신지민 언니의 탓은 제 입장에서 하나도 없나요? 여러분들은 저 상황에서 저런 말을 뱉으실 건가요?


-2장-② →스케줄 배려?우선 모던 파머 준비(대사 연습)를 해야 하는 것이 컸고, 사뿐 사뿐 무대를 보시면 아시겠지만, 제가 없는 무대가 꽤 있을겁니다. 전 그때 서울에서 4시간이나 넘게 걸리는 봉하마을 촬영지에 있었습니다. 이동거리 시간이 오래 걸렸기 때문에 먼저 출발해야 하는 경우가 많았고, 차 안에서 대본 연습 했습니다. 개인 스케줄을 생각해서 배려해주신 부분들은 미안하고, 감사하지만 아버지 투병의 배려는 아닙니다. 그리고 추가로 2주?휴가를 받았었다는 말도 나오던데 말도 안돼는 소리 입니다. 이건 회사측에서도 알겠죠.가장 바빴던 시기였고, 장례식 3일이 전부 였습니다. 상주니까. 끝나고 다시 촬영 했습니다. 하루 이틀이면 몰라도 2주는 절대... 드라마팀 상황도 있으니까 그럴 수가 없습니다..


③ 권민아는 팀내 왕따였다? → 신지민에게 괴롭힘을 당하였다고 탈퇴의 정확한 이유와 자살시도, 자해 원인의 대해서 이야기 했었고, 나머지는 방관자라는 단어를 썼지. 왕따라는 단어는 기자님들께서 쓰신거지. 제가 쓴게 아니며, 신지민 외에 특히 신혜정, 서유나 언니와 사이가 좋았던건 사실이고, 재계약 직전 신지민 언니와 김설현을 제외한 나머지 멤버들과 술을 마시며 싫어하는 이유가 뭘까? 무슨 방법이 있을까? 그리고 팥빙수 카페에서나 혜정이랑 제가 같이 살던 숙소에서는 김설현도 포함해서 토론 포함, 신지민 욕을 해가며 재계약에 대해서 제가 했으면 하는 쪽으로 다 함께 이야기를 많이 나눴으나, 이럼에도 불구하고, 방관자, 박쥐 등등 실망과 배신감을 느끼는 단어를 쓴것은 마지막 신지민 언니가 우리집에 사과하러 온다고 한날. 알게됬어요. 간략하게는 우선 유나언니가 전화가 와서 (성경 매니저 언니, 초아언니가 그냥 멤버들 올 줄 모르고 제 걱정이 되서 우리집에 와있는 상태였음) "민아야 지민언니가 진심으로 사과 할 마음이 있다면 데리고 너희집으로 가도돼?"그래서 저는 "응 당연하지, 감사합니다 하고 받지. 진심 어린 사과면 돼" 하고 한~참이 지나서 온 뒤에는 사과는 커녕 자기랑 친한 남자 팀장님과 매니저 데리고 와서는 저한테 돌진하고 와서 칼소동날.. 이 이야기는 대충 아실꺼라 생각합니다. 그렇게 욕하던 멤버들은 어디가고..신지민을 빼고 내가 들어와서 그룹하고 싶다던 멤버는 어디가고, 옆에 찰싹 (신지민옆) 붙어서 좋았던 기억은 없냐는 둥 신지민 언니가 나가니까 다들 쪼르르 따라 나가더라구요. 그리고, 몇년이 흐르고 한 멤버랑 통화하면서 절 재계약 하게 하려고 비즈니스 적으로 했던 거라고 하더라구요. 제가 뭘 당하든 보고만 있거나 모른채 하고 있었으니 제 입장에선 방관자였어요


④ 고소(민사소송)와, 경찰 수사 거부 → 민사소송은 제가 작정하고, 증거를 다 모을 때가 아니였어서 변호사 선임비용은 천만원대인데 처벌은 고작 정신적 치료비라 그러한것들로 150~300 받고, 땡인걸로 들었습니다. 진짜 열받았죠. 천만원도 아깝지만 처벌이 마음에 안들었어요. 근데 지금은 피해자가 또 늘어나서 사실 어떻게 될지는 모르겠지만, 이젠 저도 그만 하고 싶어요.. 그리고 경찰 수사 거부? 기사랑 대략 이야기는


-3장-DM이나 댓글로 왜 거부 하셨냐며.. 많이 들었으나 저는 직접적으로 경찰 수사 의뢰에 대해서 여부를 들은적도, 연락을 받은적도, 거부한 적도 없습니다. 아마 그때 당시 소속사 대표님과 변호사님께서 제 건강이 우선이라 생각하시고, 대신 판결을 하셨거나 가족중에 누군가가 했거나 그랬을 것 같습니다. 저는 전혀 직접적으로 들은적도 거부 한적도 절대! 없습니다.


⑤ 증거 → 증거요? 이런게 가스라이팅인가요? 연습생 생활이 저도 처음이였고 원래 이렇게 지내야 하는건줄 알고 다 참아왔고, 성인이 되서 20대 중반이 되면... 그냥 언젠가 마음을 열지 않을까 생각하면서 약먹고 견뎌오다보니 10년이란 시간이 흘렀네요. 대신 증인은 몇명 있고, 증거자료도 10년치에 비하면 터무니 없지만 있습니다. 그리고, 제 말이 허언증이고 전부 지어낸 말이고 리더로써 약간 충고의 혼내는 것들? 그런걸로 제가 괴롭힘 받았다고 할 공주병 성격도 아니구요. 신지민 언니 성격에 조용히 연예계 탈퇴 하실분? 아닙니다. 그 언니 성격 알만한 사람은 아실텐데요... 성격 설명 타인이 해주신 내용도 있어요.


⑥ 유서에 김설현 → 이거에 대해서는 정말 제대로 할말 있습니다. 저는 설현이와 함께 연슴생을 들어왔고, 추억도 많았고, 아끼는 동생이였고, 김설현 역시 저를 친구처럼 편하게 잘 대해줬습니다. 근데 유서에 쓰게 된 이유는 분명하게 있죠. 신지민 언니랑 친해서? 이런 터무니 없는것 아닙니다. 지금 활동을 하고있고, 큰 소속사가 있고, 쉽게 얘기해서 힘도 있고. 김설현이 기억나는것이 있다면 연락을 해줬으면 좋겠고, 내 생각에는 기억을 못하니까 마지막 우리집에서 저보고 안죽었으면 좋겠다고 한 것 같아요. 시간이 지나서 말할 수 있을 때 꼭 말하겠습니다. 저도 두려운 부분이라는 게 있거든요. 들리는 부분들도 있고. 죄송합니다.


⑦ 지민은 괴롭힘을 인정한 적이 없다? → 이게 왜 성명문에 있나요? 제가 가장 화가나고 속상했던 부분들 입니다. 인정 안했습니다. 인정하고 진심어린 사과 받고 싶었습니다.


⑧ 신지민 언니가 권민아를 세심하게 보살피지 못한 부족한 리더였음을 사과하고 은퇴? →아니요. 정말 치밀하게 세심했습니다. 꼬투리 하나라도 더 잡으려고. 그러면 보통 입장문 낼때 험악하게 쓰나요? 저렇게 사과하고 은퇴 했으니까 제가 당한 10년치의 고통은 이제 사라지는 건가요? 글 하나로 사람 성격을 알수가 있나요? 물론 저도 1절만 했어야 했습니다하지만 당사자가 아니시잖아요. 내막을 전혀 모르시잖아요. 아직도 유독 저를 싫어한 이유는 모릅니다. 심지어 <민아에개> 로 썼다가 수정했죠. 저 언니.. 소설도 함께 있던 매니저 동생이 내려달라 부탁해서 내렸습니다. 이제는 저도 많이 머릿속에서 지워졌고, 할만큼 했다고 생각합니다. 물론 사생활 폭로는 제가 너무 나쁜마음을 먹고, 해선 안될말들을 했습니다. 사과하고 싶어요. 하지만 제 10년은 아직도 진행중이네요...


-4장-도가 지나친 행동들, 입에 담아선 안될 말들 ...여러모로 계속해서 불편한 시선을 보이게 된점들.. 정말 정말 죄송합니다..그냥 너무 억울했고, 힘들고, 분했고, 슬퍼서 그랬습니다..복수하고 싶었고.. 알아줬으면 했고.. 무대도 실력은 없지만, 계속 하고 싶었습니다.시끄럽고, 유난스럽게 굴었던 행동들 모습들.. 판단력이 흐려지고 두서없이 매번 글을 쓰고..눈쌀 찌푸리게 한 점.. 저도 알고 있다가도 제어가 안됬던 것 같아요.이제는 그만 하고싶고, 하지만 뭐 지어낸 이야기네, 망상이네, 조현병이네, 허언증이네, 가해자네.. 이런 부분에 있어서는.. 어떻게 받아들이실지는 모르겠지만, 그냥 정정하고 싶었어요.지금 참 사건, 사고가 많죠. 그 원인에는 분명히 제가 있고, 하지만 저는 정말 제가 잘못한 부분, 그리고 과장됐거나 루머인 부분에 대해서는 솔직하게 말하고 싶어요.어릴 때부터 억울했던 일들이 많았어서.. 이제는 억울한 건 꼭 풀자라고 마음 먹었던것이너무 독이된것 같네요.. 유씨의 이야기도 그냥 정확하게 이야기 하고 싶습니다.그치만 소속사 오빠랑 이건 상의 하기로 했고, 또 하는게 맞는건지 아닌지 판단이 안섭니다.제 잘못도 있구요. 지금도 횡설수설 하는 것 같고, 제가 뭐라고 자꾸만 이렇게 떠들고 있는지.. 그럴 자격이 있는지는 모르겠지만, 저를 응원해주시고, 믿어주시는 분들을 위해서라도 그리고.. 저를 위해서라도 말하고 싶었고, 이제 끝내고 싶습니다.자숙하고 당분간 인스타를 하지 않겠다던 약속을 어겨서.. 정말 죄송합니다..긴글 읽어주셔서.. 감사합니다..



더쿠 글 퍼온 건데 오타 너무 많아서 권민아 인스타 보면서 수정함




출처: 국내야구 갤러리 [원본 보기]

추천 비추천

531

고정닉 76

65

댓글 영역

전체 댓글 0
등록순정렬 기준선택
본문 보기

하단 갤러리 리스트 영역

왼쪽 컨텐츠 영역

갤러리 리스트 영역

갤러리 리스트
번호 제목 글쓴이 작성일 조회 추천
설문 인상과는 달리 의외로 사고 안 친 스타는? 운영자 21/09/28 - -
23968 [야갤] 홍준표 기사 벌써 떴다ㅋㅋㅋㅋ [300] 중앙대딱대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20 23756 468
23967 [싱갤] 싱글벙글 피클이 울퉁불퉁한 이유 [84] ㅇㅇ(121.174) 10:15 12347 209
23966 [해갤] 대메갓 데뷔골.....gif [212] 금요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0 12968 492
23965 [야갤] 념요청)증거없는줄 알고 강1간고소할려던 여시 회원 [630] 너대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05 33395 1254
23964 [스갤] '스우파' 로잘린, 레슨비 먹튀 의혹...SNS에는 해명요구 빗발 [77] ㅇㅇ(59.26) 10:00 4170 78
23963 [자갤] 와 이명박 인싸력 보소 ㅋㅋㅋㅋ [300] 디자인서울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50 10804 355
23962 [싱갤] 오싹오싹...해병대 갤러리 팬아트 모음....jpg [132] ㅇㅇ(223.38) 09:40 12517 163
23960 [야갤] [ㅇㅎ] 캣맘 오열... 고양이... 괴롭히는... 막내 누나... gif [100] 누나(14.42) 09:20 16931 56
23959 [디갤] 저번주 하마마츠(26 pics) [64] 매너남.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10 4492 28
23958 [롤갤] (초스압) 오픈롤코 롤린이가 처음만든 귀여운 공원 보고가세요~ [66] 등기지대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00 6310 64
23957 [중갤] [정보] 2000년대 인터넷 유행어..jpg [297] ㅇㅇ(14.38) 08:50 18479 95
23956 [디갤] 아침 태안 바다 30장 [50] 설치는설치류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40 6264 44
23955 [싱갤] 고전)아빠를 찾으러 필리핀에서 온 10살 코피노 여자아이.jpg [421] ㅇㅇ(210.206) 08:30 30054 331
23954 [야갤] [ㅇㅎ]팬클럽.. 3천명... 왕가슴... 댄스팀... 누나... gif [88] 누나(14.42) 08:20 22047 32
23953 [군갤] 한국군 드론봇 전투체계 소총드론 [290] ㅇㅇ(125.185) 08:10 15681 94
23952 [카연] (소꿉친구 순애 NTR) 양다연-1.manhwa [168] Chani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00 21412 422
23951 [주갤] 워렌버핏의 조선장 체험기.jpg [138] ㅇㅇ(118.235) 07:50 28751 282
23950 [싱갤] 식사중 주의) 싱글벙글 공익 헬무지 1티어...jpg [374]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40 34337 549
23949 [야갤] 아무나 못올라가는 바위.gif [251] ㅇㅇ(220.125) 07:30 26762 120
23948 [야갤] 카카오택시… 차갤 반응…jpg [444] ㅇㅇ(223.62) 07:20 57955 1034
23947 [싱갤] 싱글벙글 젊게 산다는말 듣기 좋아하는 40대 초반특 [320] Khazanism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10 41050 606
23946 [중갤] 배틀필드 사태.. 해외 EA 알바들 근황...JPG [150] 신소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00 28364 130
23945 [카연] 똥개 키우는 만화 2 [397] 손영(122.34) 01:55 19398 364
23944 [싱갤] [ㅇㅎ]귀염귀염 일본 av 배우 [339] ㅇㅇ(175.201) 01:45 46760 72
23943 [싱갤] 싱글벙글 당근마켓 야생의 맘충 [348] ㅇㅇ(219.249) 01:35 60537 1096
23942 [카연] 연휴에도 살벌한 가을 정원 [87] 미스터리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25 23050 99
23941 [몸갤] [ㅇㅎ]꼴릿한 다리를 가진 서양 누나 [118] ThugBoki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15 59935 140
23940 [야갤] 스브스 "보징어게임" 자막에 트페미들 지랄발광중.jpg [1247] 유양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05 74190 1946
23939 [싱갤] 오싹오싹...육군갈 미필들은 가면 ㅈ되는 사단...jpg [466] ㅇㅇ(210.94) 00:55 56918 549
23938 [우갤] 대머리가 금융권에 취업이 힘든 이유.jpg [403] 제이통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0:45 48643 288
23937 [야갤] 자취방... 가구... 사러 간... 막내누나... gif [276] 누나(14.42) 00:35 63851 104
23936 [싱갤] 오싹오싹 군대 총기난사의 원인이 된 그림.. [791] ㅇㅇ(222.235) 00:25 55412 466
23935 [중갤] 트릭컬 근황.jotmanggame [182] ㅇㅇ(125.130) 00:15 38892 220
23934 [야갤] [ㅇㅎ]간만에... 신작 촬영... 日... 왕가슴.. AV 누나... gif [168] 누나(14.42) 00:05 46472 102
23933 [싱갤] 싱글벙글 이과유머 [529] ㅇㅇ(110.76) 09.28 53376 566
23932 [오갤] [사진] 유리공 아재의 충격적인 근황 .jpg [201] ㅇㅇ(121.180) 09.28 50569 663
23931 [싱갤] 싱글벙글 요즘 전기차 기능.GIF [458] 싱글벙글움짤러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28 57842 308
23930 [중갤] 요즘 게임회사 취업 트렌드 근황.jpg [510] ㅇㅇ(121.136) 09.28 62755 309
23929 [알갤] 2011년 서울대생의 뻘글 [852] 바스티안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28 58282 883
23928 [싱갤] 싱글벙글 K히틀러 [500] ㅇㅇ(112.187) 09.28 58325 1005
23926 [싱갤] 싱글벙글 흙수저갤러리 [1398] ㅇㅇ(223.38) 09.28 67989 1762
23925 [야갤] 야붕이들 기억력 감퇴 이유... .JPG [628] 시노노메하카세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28 91940 780
23924 [중갤] 싱글벙글한 호주 양봉업자 . JPG [497] 짤잼헌터(110.47) 09.28 45687 625
23922 [바갤] 어제자 운문 접촉사고.gif [760] ㅇㅇ(218.145) 09.28 37235 338
23921 [싱갤] 장사 똑바로 하세욧 [714] ㅇㅇ(118.221) 09.28 62306 1624
23920 [연갤] [ㅇㅎ] 아사쿠라 유이 (浅倉唯) [164] 바바바밤비(218.154) 09.28 29915 193
23919 [자갤] 부산 오물테러 사건 차붕이들이라면 어떻게 함? [802] 대인배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28 41074 446
23918 [스갤] 요즘 일본 지하철 근황.gif [718] ㅇㅇ(118.235) 09.28 73864 310
23917 [중갤] 깜짝... 현재 혼돈에 빠진 배틀필드 2042 근황...JPG [453] 신소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28 54965 360
23915 [주갤] [ㅇㅎ] 여갤러 [512] 분홍빤쓰(14.33) 09.28 79864 566
갤러리 내부 검색
제목+내용게시물 정렬 옵션

오른쪽 컨텐츠 영역

실시간 베스트

1/8

힛(HIT)NEW

그때 그 힛

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