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시인사이드 갤러리

갤러리 이슈박스, 최근방문 갤러리

갤러리 본문 영역

CIA에서 만든 인도음식들

Nitro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021.07.29 22:45:01
조회 41345 추천 205 댓글 351

시작하기 전에... CIA라는 제목으로 어그로가 하도 끌려서 나름 변명을 하자면


1. 우선 CIA라는 명칭은 요리학교에서 먼저 썼고 


2. 한글로 번역하면 "미국요리학교"라는 일반명사가 되기 때문에 번역해서 부르기 애매하고


3. 미국에서도 CIA라고 부르고, 한국에서도 졸업생들이 CIA라고 부르는 것이 일반적이며


4. 국가기관 공무원이나 요원 사칭과는 동떨어진 요리 이야기라서 오해하더라도 피해자가 생길 일이 없으므로


결론. 내가 홍길동도 아니고 CIA를 CIA로 부르지 못할 이유가 뭔가! 라는 생각으로 그냥 쓰고 있습니당. 


예전에는 이런 일이 그닥 많지 않고, 오히려 역으로 드립 치는 용도로 많이 활용되었는데 (실제로 미국에서도 육수를 냉동고에 얼리며 "Freeze! CIA!" 농담하기도 합니당)


실베나 힛갤 가니까 어그로가 좀 끌리긴 하네요잉. 나름 세계 3대 요리학교 (실질적으로는 양대 요리학교)인데도 인지도가 부족한 거겠죠.


CIA 유학생 중에 한국인 비율이 압도적 1위인지라 실제로 마주칠 일은 요리학교쪽이 중앙정보부보다 훨씬 많은데도.



viewimage.php?id=2bb2df22&no=24b0d769e1d32ca73feb86fa11d02831b7cca0f2855e21730c724febbe076d5548e0ea8ad1443cd06b8b76a397f7bed57b42eabf56989941b4d37c5ca751e7e7


세계 각지의 음식을 만들어보는 수업도 드디어 마지막에 이르렀습니다.


마지막으로 도착한 곳은 인도. 수많은 향신료의 나라이기도 하지요.


인도 음식을 만들며 그동안 눈여겨봤던 탄두르 (탄두리 오븐)을 드디어 사용해봅니다.


원래대로라면 장작 때는 진흙오븐에 굽는게 오리지널이지만 현실적으로는 가스불을 사용하는 수밖에 없습니다.


생각했던것보다 탄두르 내부 온도가 꽤나 높아서 요리하기가 쉽지 않았던 기억이 나네요.


인도식 빵인 '난'을 반죽해서 탄두르 내벽에 붙여 굽는데, 워낙 뜨겁다보니 제대로 못 붙여서 반죽이 떨어지면 그대로 숯이 되는 대참사가 발생하기도 합니다.


그나마 이탈리아 키친(https://blog.naver.com/40075km/222145800469)에서 피자 오븐에 단련되지 않았더라면 더 힘들 뻔 했지요.


viewimage.php?id=2bb2df22&no=24b0d769e1d32ca73feb86fa11d02831b7cca0f2855e21730c724febbe076d5548e0ea8ad1443cd06b8b76a397f7bed57b42eabf0399c818e0d72f01a751e7e7


다양한 음식들을 만들어 손님(?) 받을 준비를 합니다.


손님이래봤자 같은 처지의 학생들이긴 하지만, 만든 음식을 내가 먹는 것과 남에게 포인트나마 받고 파는 건 마음가짐부터 달라집니다.


일단 시간관리나 준비 단계에서부터 차이가 확 나니까요.


viewimage.php?id=2bb2df22&no=24b0d769e1d32ca73feb86fa11d02831b7cca0f2855e21730c724febbe076d5548e0ea8ad1443cd06b8b76a397f7bed57b42eabf04c99a10e3d32854a751e7e7


기본 플래터.


칠리 처트니, 망고 처트니, 코코넛 파차디, 파인애플 라이따, 오이 라이따의 구성입니다.


처트니는 재료에 향신료를 넣고 끓이거나 절여서 잼 비슷하게 만든 음식이고, 


라이따와 파차디는 인도식 요거트에 버무린 음식을 말합니다.


viewimage.php?id=2bb2df22&no=24b0d769e1d32ca73feb86fa11d02831b7cca0f2855e21730c724febbe076d5548e0ea8ad1443cd06b8b76a397f7bed57b42eabf03cb9043b1d27e55a751e7e7


탄두리 치킨. 정작 치킨은 얼마 없고 바스마티 쌀밥, 난, 사모사(세모난 만두), 파니르 사그(Paneer saag: 인도식 치즈를 넣은 푸른잎채소 요리), 달 타드카 (Dal tadka: 향신료로 요리한 렌틸콩)을 나뭇잎 위에 잔뜩 얹어서 서빙합니다.


viewimage.php?id=2bb2df22&no=24b0d769e1d32ca73feb86fa11d02831b7cca0f2855e21730c724febbe076d5548e0ea8ad1443cd06b8b76a397f7bed57b42eabf55c2ca15bcd42704a751e7e7


또 다른 북인도식 메뉴. 다른 사이드 디쉬는 다 똑같고 탄두리 치킨 대신 양고기 콜마가 메인 요리로 들어갑니다.


양고기를 부드럽게 찌고, 소스는 각종 향신료와 요거트 그리고 무엇보다도 캐슈넛을 갈아서 만드는 게 특징입니다.


viewimage.php?id=2bb2df22&no=24b0d769e1d32ca73feb86fa11d02831b7cca0f2855e21730c724febbe076d5548e0ea8ad1443cd06b8b76a397f7bed57b42eabf54cacd19b0db7c00a751e7e7


북인도와 다르게 남인도 요리는 푸리(Pooris: 튀긴 빵)와 본다(Bonda:채소를 섞어 으깬 감자 튀김)이 제공됩니다.


버섯과 콜리플라워 커리, 달 삼바(Dahl sambar: 향신료가 들어간 콩 요리)도 곁들여 먹습니다.


메인 디쉬는 그릴에 구운 생선 케밥.


viewimage.php?id=2bb2df22&no=24b0d769e1d32ca73feb86fa11d02831b7cca0f2855e21730c724febbe076d5548e0ea8ad1443cd06b8b76a397f7bed57b42eabf06cb9e18b2db2c50a751e7e7


이것 역시 다른 사이드 디쉬는 다 똑같고, 메인 요리만 돼지고기 빈달루(vindaloo: 매운 향신료에 재운 고기 요리)가 들어가는 것이 다르지요.


이렇게 놓고 보면 죄다 향신료에 버무린 채소 또는 고기 요리인지라 영국인들이 "내가 보기엔 다 똑같구마! 그냥 모두 다 커리라고 하자!"라고 외친 심정이 약간 이해가 가기도 합니다.


하지만 막상 먹어보면 차이가 확 느껴집니다. 대다수의 재료가 비슷해도 한두가지 향신료가 더 들어가고 덜 들어감에 따라서 맛이 확 달라지거든요.


viewimage.php?id=2bb2df22&no=24b0d769e1d32ca73feb86fa11d02831b7cca0f2855e21730c724febbe076d5548e0ea8ad1443cd06b8b76a397f7bed57b42eabf02ce9b44b4d42653a751e7e7


이렇게 샘플 요리를 테이블에 진열해 놓고, 다른 수업 듣는 학생들이 와서 포인트 내고 사먹습니다.


라씨(인도식 마시는 요거트)를 함께 먹으면 햄버거에 콜라 먹는것마냥 시너지 효과가 대단합니다.


개인적으로는 풀풀 날리는 밥도 싫어하지는 않지만, 인도 음식 먹을 때는 역시 난을 찢어서 떠먹는 게 최고 아닌가 싶습니다.


그런데 이상한 건, 인도 여행 당시 도로 옆의 허름한 식당에서 먹었던 그 맛이 나질 않는다는 겁니다.


역시나 '손맛'이 중요한 걸까요. 배탈나지만 않는다면 말이죠.


이렇게 세계 여행도 끝나고, CIA 수업 과정의 마지막 단계로 접어듭니다.


이제 남은 과정은 와인 수업을 들으며 학교 부설 파인다이닝 레스토랑에서 실습하는 것 뿐입니다.



출처: 기타음식 갤러리 [원본 보기]

추천 비추천

205

고정닉 74

126

댓글 영역

전체 댓글 0
등록순정렬 기준선택
본문 보기

하단 갤러리 리스트 영역

왼쪽 컨텐츠 영역

갤러리 리스트 영역

갤러리 리스트
번호 제목 글쓴이 작성일 조회 추천
설문 충격 고백으로 놀라게 한 스타는? 운영자 21/09/21 - -
23180 [힙갤] 이센스가 말하는 마약...jpg [93] ㅇㅇ(207.244) 12:00 11574 440
23179 [싱갤] 싱글벙글 회사 안다녀! [76] ㅇㅇ(175.196) 11:55 15500 163
23178 [중갤] 게입업계 라이벌 레전드농 ㅋㅋㅋ [115] ㅇㅇ(117.111) 11:50 12128 169
23177 [야갤] 여친이 질염 걸리자... 급발진 하는 남친..jpg [585] ㅇㅇ(223.38) 11:45 56869 1171
23176 [싱갤] 싱글벙글 고기 못굽는 이유로 남친이랑 헤어진 여친 [295] ㅇㅇ(118.235) 11:40 17917 171
23175 [야갤] 뻑가 사생팬 채널의 실체…jpg [157] ㅇㅇ(223.39) 11:35 22063 613
23174 [연갤] [ㅇㅎ] 오츠키 리코 ( 大槻りこ ) [31] 바바바밤비(118.235) 11:30 4154 15
23173 [야갤] 문재인 UN 연설때 기립박수 기대하고 갔을텐데 ㅋㅋ [426] ㅇㅇ(39.7) 11:25 17668 710
23171 [싱갤] 싱글벙글 만화책을 처음 접한 미스코리아들 [234] ㅇㅇ(175.196) 11:15 25487 266
23170 [공갤] 탈원전으로 전기요금 인상 없다더니 결국 인상한 문재앙 [316] ㅇㅇ(39.7) 11:10 11773 313
23169 [싱갤] 싱글벙글 15분 안에 마트지점장 부르는법 [222] ㅇㅇ(175.223) 11:05 25299 317
23168 [야갤] 어제자...맥그리거...시구...대참사...gif [152] 라여라여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00 24147 169
23167 [만갤] 요즘 해외에서의 시발 반응..jpg [331] 고아원수석졸업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55 20761 225
23166 [야갤] 추미애 근황 ㅗㅜㅑ jpg [168] ❌❌테드카잔스키(14.46) 10:50 18563 266
23165 [몸갤] [ㅇㅎ] 엉덩이는 예술이다 [122] CooM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45 34289 184
23164 [야갤] 광저우 헝다의 헛된 꿈...jpg [306] 붉은눈의흑룡Ψ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40 53099 908
23163 [싱갤] 싱글벙글 원펀맨을 처음 본 일반인 반응.JPG [605] ㅇㅇ(218.54) 10:35 33308 432
23162 [야갤] 깜짝... 한국 출산부양정책... 의외의 관심 .gisa [322/1] 블핑지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30 33239 638
23161 [싱갤] 어질어질 콘돔 쓰면 임신하는 여자 후일담 [275] ㅇㅇ(182.221) 10:25 36506 507
23160 [싱갤] 씨발씨발 짱깨 [218] ㅇㅇ(175.127) 10:20 29160 434
23159 [모갤] 1호선 노선 3D 애니메이션으로 만드는중 [101] 그냥저냥3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5 12536 142
23158 [야갤] [속보] 김구라 2세 탄생, MC그리 동생 생겨.jpg [381] 호돌이 유지애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0 28177 236
23157 [야갤] 속보) 화천대유 근황 ㅗㅜㅑ jpg [183] ❌❌테드카잔스키(106.101) 10:05 24283 403
23156 [해갤] 대강인 골..gif [326] 릴펌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00 31257 546
23155 [싱갤] 싱글벙글 미국 텍사스 근황...jpg [487] ㅇㅇ(118.235) 09:50 25453 256
23154 [야갤] 깜짝... 온라인 그루밍 24일부터 처벌 .gisa [491] 블핑지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40 25072 198
23153 [몸갤] [ㅇㅎ] ㅁㅁ [62] 띠니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30 27846 87
23152 [로갤] 쌩자린이의 1박2일 영산강 종주 ! (초 스압주의) [53] 청출어람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20 5599 36
23151 [싱갤] 싱글벙글 K-순수문학 근황.jpg [537] ㅇㅇ(175.198) 09:10 38683 701
23149 [싱갤] 싱글벙글 식당에서 남자꼬신 여자...jpg [228] ㅇㅇ(61.82) 08:50 51560 468
23148 [자갤] [ㅇㅎ] 조선에서 가장 관능적인 유부녀.JPG [128] 고양히어로즈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40 40342 65
23147 [야갤] 여성 소방관이 하는 일...jpg [738] ㅇㅇ(118.235) 08:30 46298 285
23146 [싱갤] 싱글벙글 용달차 기사가 가끔씩 겪는 일.jpg [247] ㅇㅇ(119.70) 08:20 40888 456
23145 [대갤] 박지원이 아들에게 보낸 편지.jpg [132] ㅇㅇ(106.101) 08:10 22377 149
23144 [싱갤] 싱글벙글 대놓고 육지인 차별하는 제주도 [341] 문과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00 41442 395
23143 [해갤] AV 소속사 15주년 기념 화보집 [159] ㅇㅇ(1.237) 07:50 39782 132
23142 [프갤] 헐크 호건 vs 로만 레인즈 객관적인 비교...jpg [165] ㅇㅇ(118.235) 07:40 16060 123
23141 [싱갤] 싱글벙글 여경 특진 이유 [464] ㅇㅇ(116.127) 07:30 51364 939
23140 [마갤] [ㅇㅎ] 호불호 갈리는 몸매 복습편 [120] ㅃㅂ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0 36385 131
23139 [싱갤] 싱글벙글 자기동네에 교도소 서로 지어달라는 지자체들 [307] 지함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10 46752 571
23138 [야갤] 좆 미개한 학원 원탑.jpg [576] 캔커피매니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00 71577 940
23137 [야갤] 야징어게임... 중국 근황.....jpg [775/1] SOF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50 78741 1167
23136 [바갤] ㅁㅊ 진주 시골 안개 미쳤나 [293] 저세상싸이코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40 54193 159
23134 [싱갤] 싱글벙글 일본 길거리에서 야스 경험 횟수 인터뷰 근황 [488] 건버지(202.14) 01:20 63915 630
23133 [자갤] 아ㅏㅏㅏㅏ 자취하는데 개쪽팔림 당함 [348] ㅇㅇ(106.101) 01:10 75186 763
23132 [싱갤] 싱글벙글 일본 k드라마팬들의 가장 큰 불만사항 [346] 지함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00 56607 558
23131 [몸갤] [ㅇㅎ] 인스타 비키니 [135] ㅇㅇ(222.235) 00:50 73703 117
23130 [야갤] 정곡 찌르는 일본 댓글.jpg [1070/1] ㅇㅇ(218.147) 00:40 65676 1277
23128 [싱갤] 싱글벙글 이혼녀 없애버리기.GIF [225] 싱글벙글움짤러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0:20 76230 830
23127 [야갤] 최근논란... 계산원에 불만표현한 손님 .jpg [795] 블핑지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0:10 75009 644
갤러리 내부 검색
제목+내용게시물 정렬 옵션

오른쪽 컨텐츠 영역

실시간 베스트

1/8

힛(HIT)NEW

그때 그 힛

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