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시인사이드 갤러리

갤러리 이슈박스, 최근방문 갤러리

갤러리 본문 영역

[속보] 통일부, 대북 인도적 지원 2건 반출승인..작년 9월 이후 처음모바일에서 작성

ㅇㅇ(14.44) 2021.07.30 14:50:12
조회 21077 추천 293 댓글 266
viewimage.php?no=24b0d769e1d32ca73feb86fa11d02831b7cca0f2855e21730c724febbf0e6d520edaebc4e70269dfca25ed9dc46c9f7a3d5127a946d3be28ab98bc9152eb4c76ff2997a3297a2ea8b5e0fda0ef0d129e020ee935e7dbd887511578c5360d589af0ffe5ddce89

https://news.v.daum.net/v/20210730141130216











https://news.naver.com/main/read.naver?mode=LSD&mid=shm&sid1=100&oid=119&aid=0002516219


북한이 일방 차단했던 연락통신선이 남북 정상 간 합의로 복원된 지 3일 만에 이인영 통일부 장관이 민간 차원에서의 대북지원 절차를 재개하겠다고 밝혔다.


통일부가 그간 북한의 인도적 상황, 지원 단체들의 요청과 함께 북중국경 개방 여부를 물품 반출 승인의 '핵심 요건'으로 언급해온 만큼, 북중국경이 조만간 개방될지 주목된다.


이인영 통일부 장관은 30일 정부서울청사에서 진행된 기자간담회 모두발언에서 "통일부는 잠정 보류되었던 민간단체의 대북 인도협력 물자 반출승인을 오늘부터 재개할 생각"이라며 "반출승인은 민간단체의 자율적 협조를 바탕으로 작년 9월 '서해상 우리 국민 사망 사건' 이후 이루어지지 않고 있던 것을 10개월 만에 재개하려는 것"이라고 말했다.


이 장관은 "인도협력 민간단체 측의 지속적인 요청이 있었고 북한의 상황, 특히 보건·영양 물품의 시급성 등을 종합적으로 고려해 (반출 승인을) 결정하겠다"고 밝혔다. 다만 그는 통일부가 반출 재개 조건으로 거듭 밝혀온 북중국경 개방 동향에 대해선 언급하지 않았다.


이 장관은 "오늘 오후 2건을 시작으로, 앞으로도 인도주의 협력에 관련한 사항은 요건을 충족시키는 경우 지속적으로 승인해 나갈 예정"이라며 "몇 번을 반복적으로 제가 강조했지만 우리는 인도주의 협력 과정에서 어떠한 정치적 의도도 개입시키지 않겠다는 점을 분명히 말씀드린다"고 밝혔다.


남북관계 개선을 통해 내년 대선에서 유리한 국면을 조성하려는 것 아니냐는 일각의 지적에 대해 선을 그은 것이다.


통일부가 당국 차원의 지원이 아닌 민간단체를 통한 '우회 지원'을 모색하는 것 역시 관련 문제 제기를 최소화하기 위한 차원으로 풀이된다.


이 장관은 "당국 간 연락채널이 복구된 만큼, 이러한 동력이 남북 민간 교류협력 재개로 이어지기를 기대한다"며 "이 과정에서 관련 민간단체 등과도 긴밀히 소통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이 장관은 대북지원 물품 반출 승인 외에도 △남북 화상회담을 위한 영상시스템 구축 △기상·하천 방류 등에 정보 교환 등도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그는 "연락채널 재개에서 한 걸음 더 나아가 영상회담, 안심대면회담 등 코로나 상황에서도 남북대화가 가능하도록 남북 간 대화 시스템을 조속히 완비해 보겠다"며 "어제 우리 측은 영상회담 시스템 구축 문제를 협의하자고 북측에 제의했고, 북측은 우리의 제안을 담은 문건을 접수했다. 북측이 적극적으로 호응해 영상회담 체계도 조속히 갖추어질 수 있기를 희망한다"고 말했다.


이어 "남북회담 개최 이전이라도 지금 개통된 연락채널을 통해 남북 주민 모두가 필요로 하는 긴급한 사안의 정보 교환을 모색해 보고자 한다"며 "호우·태풍 등의 기상정보, 공유하천 방류와 관련한 사전통보 등 재해재난 관련 정보 교환 문제와 남북이 이미 합의한 바 있는 감염병 정보 교환 재개 등을 추진할 수 있는 방안부터 모색해 보겠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남북 주민 모두의 일상적인 삶과 직결된 분야에서 작은 소통과 협력을 시작해 신뢰를 쌓고 큰 협력으로 나아갈 수 있는 토대를 만들고자 하는 취지"라고 설명했다.


아울러 이 장관은 1년여 만에 복원된 연락채널을 안정화시키는 데 주력하겠다는 입장도 내놨다.


그는 "세상의 무슨 일이든, 0에서 1을 만드는 것이 가장 어렵다고 한다"며 "어렵게 남북 간 연락채널이 재개되어 남북관계 정상화를 위한 최소한의 협력 토대가 마련된 만큼, 통일부는 남북대화의 통로가 다시는 끊어지지 않고 온 겨레에게 복된 소식을 지속적으로 전할 수 있도록 연락채널을 안정화하고 공고히 하는 데 주력하겠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시간이 걸리더라도, 인내심과 끈기를 가지고 때로는 유연하고 민첩하게 남북관계 발전과 항구적 평화정착을 위해 통일부가 해야 할 일들을 차근차근 해나가겠다"고 부연했다.














출처: 육군 갤러리 [원본 보기]

추천 비추천

293

고정닉 55

7

댓글 영역

전체 댓글 0
등록순정렬 기준선택
본문 보기

하단 갤러리 리스트 영역

왼쪽 컨텐츠 영역

갤러리 리스트 영역

갤러리 리스트
번호 제목 글쓴이 작성일 조회 추천
22840 [야갤] 이와중에 필리핀 근황 jpg. [69] 단두대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4:20 3817 40
22839 [몸갤] [ㅇㅎ]넌 이제 올리지 마라 라는 소릴듣고 킹받아서 다시 도전 [102] 푸잉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4:10 14603 46
22838 [대갤] 루이 16세의 개혁 노력들.jpg [133]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4:00 8627 97
22837 [싱갤] 싱글벙글 오징어게임..인싸vs아싸 반응…jpg [519] ㅇㅇ(220.70) 13:50 26315 365
22836 [몬갤] 몬갤명작만화 추석 [109]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3:40 9736 149
22835 [전갤] [장문주의] 나처럼 공부하면 死수 한다.sull [148] 개똥벌레.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3:30 13250 89
22834 [싱갤] 번쩍번쩍...요즘 뉴욕 건물 근황 ㄷㄷ.JPG [351] ㅇㅇ(121.175) 13:20 34180 194
22833 [카연] 가출한 여대생 자취방으로 데려와서 같이 자는 manhwa. [249] Forbidden404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3:10 28388 478
22832 [싱갤] 싱글벙글 서양인들이 한국군 보면서 제일 궁금해하는 거 [361] 지함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3:00 33073 407
22831 [카연] 군대캬루만화 시즌2 13화 "마오카이" [174] 맷돌빔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2:50 12909 219
22830 [싱갤] 싱글벙글 댄싱단또 [288] ㅇㅇ(223.33) 12:40 30381 599
22829 [조갤] 왕가슴의 취미생활 [249] ㅇㅇ(183.99) 12:30 36534 219
22828 [싱갤] 훌쩍훌쩍 무슬림누나 명예살인 [460] ㅇㅇ(14.36) 12:20 44254 731
22827 [몸갤] [ㅇㅎ] 알1려줬으니까 좋은거 [121] ㅎㅅ.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2:10 36626 148
22826 [싱갤] 훌쩍훌쩍 한국 남자로 살기 빡센 이유 [558] ㅇㅇ(14.63) 12:00 46001 1303
22825 [카연] 찐따가 버튜버 하는 만화 (중).manhwA [177] 찬성☺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50 21700 371
22824 [싱갤] 싱글벙글 나치독일 설립 과정.jpg [635] ㅇㅇ(58.140) 11:40 32751 667
22822 [디갤] 울릉도 3일차 태하향목전망대 외(13p) [69] 람머스맨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20 4340 31
22821 [싱갤] 싱글벙글 길빵충에게 일침 [1061] ㅇㅇ(223.62) 11:10 41445 979
22820 [카연] 같이 사는 여동생이 벗방 bj?? 2화 [180] 크툴루삥뽕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00 37205 247
22819 [일갤] [ㅇㅎ] 다른 그라비아 오시 [70] 나가하마네루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50 20119 82
22818 [키갤] 수제 응나칵테일(응나볼) 제조 후기 *술방대기 [213] 응냐아앗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40 17178 196
22817 [싱갤] 싱글벙글 강함판독기.jpg [834] ㅇㅇ(220.125) 10:30 51270 755
22816 [싱갤] 싱글벙글 모르는 사람이 누구게~ 하면 아무 이름이나 부른다 설 [258] 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20 40763 414
22815 [S갤] 전역기념 셀프인테리어 & 데스크 셋업 [157] 히나코커여워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0 16745 188
22814 [싱갤] 싱글벙글 즐거운 공무원 식사시간.jpg [613] ㅇㅇ(175.198) 10:00 53185 558
22813 [군갤] 태국 최초로 달착륙 성공 [220] ㅇㅇ(116.37) 09:50 44123 635
22812 [야갤] 여혐 단어 보전깨 어원 ..jpg [552] 업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40 79054 2764
22811 [싱갤] 싱글벙글 나라별 군 전역시 혜택 [1020]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30 48124 1637
22810 [디갤] 연남동의 밤 [128] 설치는설치류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20 22062 95
22809 [야갤] 80년대 동네 슈퍼... [340] ㅇㅇ(223.62) 09:10 40653 197
22808 [싱갤] 훌쩍훌쩍 흙갤 부자의 기만 [517] ㅇㅇ(27.120) 09:00 48860 518
22807 [카연] 약후) 패전국 공주가 반강제 인체개조 당하는 만화.ManHwa [194] 까말솔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50 47453 343
22806 [몸갤] [ㅇㅎ] 인스타 화보사진 모음 [99]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40 44429 70
22805 [중갤] 오딘이 리니지를 이긴 이유...gif [497] 크림힐트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30 61651 532
22804 [싱갤] 싱글벙글 가슴 큰 여자의 단점 [404] ㅇㅇ(220.73) 08:20 69848 772
22803 [야갤] 다시보는 2019년 20대 남성 지지율 하락 보고서 ㅗㅜㅑ... [558] ㅇㅇ(125.177) 08:10 61301 1548
22802 [싱갤] 싱글벙글 아주 힘든 하루 [215] ㅇㅇ(121.174) 08:00 39621 622
22801 [싱갤] 다시보는 아마존의 진짜눈물 [235] ㅇㅇ(112.165) 07:50 54301 855
22800 [야갤] 우에하라 아이 근황.jpg [307] hellomy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40 60878 520
22799 [싱갤] 요즘 광고 [152] ㅇㅇ(211.36) 07:30 46315 487
22798 [카연] 초등학교 때 음침녀 경험담 만화.manhwa [314] 긘가◕‿◕。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0 42950 391
22797 [싱갤] 고전) 싱글벙글 미국식 의료개그.jpg [182] ㅇㅇ(14.52) 07:10 46601 535
22796 [프갤] 씨발메이커 일대기 [2] [64] 킹시사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00 15715 111
22795 [야갤] 쮸쮸나...오이무침 사건....jpg [535] ㅇㅇ(223.38) 01:50 55226 630
22794 [주갤] [ㅇㅎ] 하와이엔 누드비치 있나 [230] 69(211.36) 01:40 71292 115
22793 [몸갤] 모델 [142] ㅇㅇ(14.35) 01:30 54507 38
22792 [위갤] 만화) 친구가 술 사서 놀란 만화 + 블라인드 테이트팅 당한 만화(1) [143] 칼라하리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20 33814 192
22790 [싱갤] 요즘군대 소원수리 근황 .jpg [1344] 지섭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00 74948 815
22789 [싱갤] 싱글벙글 여성의당이 망한 이유.JPG [742] 고호보녀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0:50 63752 1272
갤러리 내부 검색
제목+내용게시물 정렬 옵션

오른쪽 컨텐츠 영역

실시간 베스트

1/8

힛(HIT)NEW

그때 그 힛

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