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시인사이드 갤러리

갤러리 이슈박스, 최근방문 갤러리

갤러리 본문 영역

극한환경에서 살아가는 생물...jpg앱에서 작성

설윤아기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024.05.25 10:30:02
조회 26190 추천 98 댓글 174

23b0d93efded37a068b6d5bc17dd1b6cac264b7812284c30aacfa2564d5a8a0b4c8c82052b14ecaf9f

7cea8170b08368f43aed85e54f9f2e2d64861d33cba977d36d609b2f

1. 사막​

우선 사막에서 살아가는 생명체들을 알아보자.

위의 사진은 세계에서 가장 건조한 사막이라는 '아타카마 사막(Atacama Desert)'임. 칠레에 위치해있음

사진으로만 봐선 잘 모르겠지만, 이곳은 건조하기로 유명한 켈리포니아의 데스밸리보다 50배나 건조한 극한의 사막임

무려 2000만년 동안 비가 안왔다고 함..

지구상의 모든 생명체는 물이 없으면 살 수 없음. 하지만 이런 사막에서도 사는 생명체가 있음. 바로 Liolaemus nitidus 라는 도마뱀임



7cea8170b08368f53ced87e5409f2e2dc26f606c8458e51bdf76b06823

이 도마뱀은 건조함이라는 환경을 극복하기 위해 피부가 비늘 비스무리한 구조로 이루어져 있음

이 피부 덕분에 체내에서 수분이 빠져나가는 것이 최소화된다고함

게다가 한번 물을 마시고나면 2년동안 물을 섭취하지 않아도 생존이 가능하다고 함

이 도마뱀 이외에도 포유류같은 고등생물이 살긴 하지만 그 동물은 아타카마 사막의 '칠레 마토랄'이라는 생태지역에 살고있는 것 뿐임.

건조지역에서 사는 것들 중에선 가장 고등생물이라 할 수 있다.


7cea8170b08368f537ef85ed459f2e2dbf78e023fe3fe6e2d6c6f585

2. 염호​

사해 염도가 매우 높아서 생명체가 살 수 없기 때문에 이름도 사해이다.

염도가 높으면 생물이 살 수 없는 이유는 삼투압 현상으로 인해 체액이 농도가 높은 쪽으로 빠져나와 세포가 갈갈이 찢겨나가기 때문임

물고기같은 경우는 풀어놓으면 즉사할 정도고, 미생물도 삼투압 때문에 살기 어려운 환경임

그런데 이런 환경에서도 살고 있는 생물이 있다. 바로 Dunaliella 라는 조류의 일종임


7cea8170b08368f238e786e54f9f2e2db6f45de48b11d89b315ba7cc

최근 사해의 밑바닥에서 균열이 있는 곳을 발견했는데 그 균열에서 순도 높은 물이 흘러나온다고함

이 조류들은 그곳에서 서식하기 때문에 살 수 있는거

물론 그렇다고 염분에 저항성이 없는 건 아님. 다른 미생물에 비해 20배나 투과력이 낮은 세포막 때문에 삼투압에 의한 분리가 일어나지 않음


7cea8170b08368f33ae987e64e9f2e2d624d9ef473c2cb8d8a722398

3. 열수분출구​

열수 분출구의 온도는 100도가 넘어간다

육지에선 물이 100도가 넘어가면 수증기로 변하지만 열수분출구의 상황은 좀 다름

해저의 수압때문에 끓는 점이 높아져 액체상태로 존재할 수 있기 때문임

알다시피 물질의 상태가 다르면 몸이 받는 에너지의 양도 달라진다.

예를 들면 섭씨 100도의 수증기에 들어가도 화상을 입지 않지만 같은 온도의 물에 들어가면 화상을 입는 것 처럼.


7cea8170b08368f03fee84e1459f2e2ddf70877634fc3f208e92ca88

폼페이 벌레(Pompeii worm)라 불리는 이 생물은 150도가 넘는 온도에서도 살아남을 수 있음

게다가 해저 속에 살기 때문에 높은 수압에 대한 저항력도 있으니 열+압력 두가지 극한환경에 적응된 사례라 볼 수 있음

학자들은 이 폼페이 벌레가 몸 구석에 붙어있는 박테리아들이 열을 차단해주기 때문에 열에 대한 저항력이 높은 것으로 보고 있늠

이 박테리아들이 열을 차단하는 효소를 분비하기 때문에 가능한 일이라고 보고있음


7cea8170b08368f03aed87ed429f2e2d7efb1d20479ae7d5a245dc276f34

4. 산​

山 이 산이 아니라 酸 이 산이다. Acid

뉴 멕시코 주의 Lechuguilla Cave라는 동굴 내부에 0.0pH의 강산으로 이루어진 호수가 존재함

0.0pH 라면 배터리의 산도보다 높은 수치다

7cea8170b08368f036e883e5439f2e2d230167c566e7a748ab5192b8ce

Acidophiles 속의 일종인 이 생물은 종속영양으로 호수의 벽부분에 붙어있는 유기물질을 삼는 특이한 생물임

산에 대한 저항력이 매우 강해 염산에도 24시간 이상 생존할 수 있음


7cea8170b08368f13fed8fe1429f2e2d2e8bffd20f15b4837b28d833

5. 염기​

그럼 강염기의 환경에도 살아가는 생물이 있을까? 물론이다.

Natronomonas pharaonis 라 불리는 이 생물은 11pH의 강염기에 놓여져도 생존할 수 있음


7cea8170b08368f13bee84e3479f2e2daba4045715cca4e855072cdf

6. 유독물질​

트리니다드 토바고의 Pitch Lake 라 불리는 이 호수는 천연 아스팔트 생산지로 유명함

여기에서 나오는 아스팔트는 탄화수소 가스와 타르 등의 유독성 물질이 포함되어있는데, 이 때문에 생물이 서식하는 것이 불가능하다 믿겨지겠지만 놀랍게도 여기에도 생물은 존재함

이 생물은 비교적 최근에 발견된 것이라 학명조차 지어지지 않았어.

고세균 과에 속하는 생물인데, 탄화수소를 섭취하여 동력원으로 쓴다고함




7cea8170b08368ff3eea82e0479f2e2d0391ec0e99464f814e23d1c2

7. 중금속​

Cupriavidus metallidurans라는 학명의 이 생물은 구리, 카드뮴, 비소, 아연 등의 중금속에 오염된 극한의 환경에서도 살아남을 수 있는 생물임

중금속에 오염된 곳이라면 어디든지 번식하고, 따라서 이 세균의 존재여부로 중금속 감지등을 하는 데 쓰므로 유용하다고함




7cea8170b08368ff3aec80e5469f2e2de7e7957822ea8f13d0da528b

8. 방사성 물질​

러시아의 카라차이 호수는 러시아가 핵폐기물을 버린 곳으로 유명함

이곳에는 500경 베크렐이라는 엄청난 양의 방사성 물질이 검출되는 무시무시한 곳임. 이곳에 1시간만 서있으면 사망할 정도

이곳의 방사능이 주변 지역에 피해를 입히자 러시아 정부가 인력을 대거 투입해서 콘크리트로 메웠고, 8년만에 전부 메우는 것을 완성했음

그리고 그 과정에서 호수의 물을 조사한 결과, 아무 생물도 살지 않았지만 단 하나의 고세균만이 있는 것을 확인했다. 그것은 바로 Thermococcus gammatolerans라는 이름의 미생물이었음


7cea8170b08368ff37ec81e1479f2e2d3ac5bbdb0e40d0755e7533b7d2

이 미생물은 인간 방사능 치사량의 3만 배에 달하는 방사성 물질에 노출되어도 죽지 않는 강력한 생물임

게다가 방사성 물질을 먹어서 방사능에 대한 내성을 가진 효소를 만드는 위엄을 보여줌


7cea8170b08369f638ef86ec409f2e2d88f3e0e389a69fd3695e1fcb

9. 대기권​


7cea8170b08369f638e784e4469f2e2d455a02a3918c66a95fcbfdd3

일단 논란은 많지만  영국의 연구원들이 성층권의 27km 부근에서 떠다니는 생물을 발견했다고함

연구원들이 유성우의 흔적을 수집하기 위해 특수제작한 풍선으로 조사하던 중에 발견했다고 한다.

그러나 지구의 생물이 하늘을 떠다닐 확률은 없고, 설사 화산활동으로 인해 하늘로 올라간 것이라 해도 발견된 일자에서 가장 최근에 폭발한 화산이 몇년전임을 감안하면 이미 사라지고 없어야 하는 것이 정상임

따라서 외계생물이 아닐까 하는 추측도 나오고있다.


출처: 이론 갤러리 [원본 보기]

추천 비추천

98

고정닉 24

84

댓글 영역

전체 댓글 0
등록순정렬 기준선택
본문 보기

하단 갤러리 리스트 영역

왼쪽 컨텐츠 영역

갤러리 리스트 영역

갤러리 리스트
번호 제목 글쓴이 작성일 조회 추천
설문 연예인 안됐으면 어쩔 뻔, 누가 봐도 천상 연예인은? 운영자 24/06/17 - -
공지 실시간베스트 갤러리 이용 안내 [1825/2] 운영자 21.11.18 5769081 435
241130
썸네일
[대갤] 조선전기 조선군 궁수의 실체와 한량
[28]
대붕이(1.222) 07:50 1179 18
241128
썸네일
[야갤] 강제노역 '선감학원', 국가가 위자료 주라는 첫 판결 나왔다.jpg
[16]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40 467 6
241126
썸네일
[중갤] 김중순 오클리와 기이한 공포 현상들 6
[45]
쥐는어째서기여운걸까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30 7698 35
241124
썸네일
[싱갤] 싱글벙글 아내를 위해 3년째 집 짓는 남편.jpg
[43]
수인갤러리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0 3345 31
241122
썸네일
[우갤] 메가박스 8년차 VVIP 씹덕이 쓰는 글
[77]
열풍질풍제퍼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10 6185 48
241120
썸네일
[로갤] 정신병 탭 기념 제주도 1100고지 자캠 후기
[29]
댕댕이애호가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00 1772 31
241117
썸네일
[이갤] 췌장암을 유발하는 음식...jpg
[639]
설윤아기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45 27678 79
241115
썸네일
[싱갤] 훌쩍훌쩍 남편을 살해한 30대 가정주부 이야기
[230]
ㅇㅇ(175.196) 01:35 22872 56
241113
썸네일
[모갤] 34년 현직 모태솔로의 [모솔학개론]
[353]
지옥미남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25 24831 165
241111
썸네일
[기갤] 교복이 피떡이 되도록 학폭 당했다는 연예인
[232]
긷갤러(146.70) 01:15 20919 259
241109
썸네일
[싱갤] 싱글벙글 의외로 여자애들이 인스타보다 열심히 하는것
[299]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05 34599 383
241107
썸네일
[야갤] 지식채널e... 오히려 좋은 원영적 사고... jpg
[538]
Rose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0:55 31250 233
241105
썸네일
[야갤] 걸그룹 게임 콜라보 복장 모음...ㅗㅜㅑ...
[188]
ㅇㅇ(211.36) 00:45 31540 455
241103
썸네일
[중갤] ㅈ소공장 자세하게 알려줌 ㅋㅋ
[583]
중갤러(59.0) 00:35 30057 322
241101
썸네일
[기갤] 아빠 어디가 아이들 최신 근황
[361]
긷갤러(84.17) 00:25 28316 80
241099
썸네일
[싱갤] 2024년 예비군 교육 근황.jpg
[398]
ㅇㅇ(113.130) 00:15 41041 252
241097
썸네일
[이갤] 결혼 안하고 혼자 사는 남자가 시간 지날수록 느끼는 감정.jpg
[807]
설윤아기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0:05 30565 183
241093
썸네일
[야갤] 애를 안 낳으면 죽이던 시절.jpg
[281]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20 24297 95
241091
썸네일
[이갤] 일본인도 못견딘 일본의 일뽕 잡지...jpg
[849]
설윤아기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20 26422 286
241089
썸네일
[공갤] 'Citipati - Big momma' 작업
[22]
판게아트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20 4648 55
241087
썸네일
[웹갤] 스릴러 웹툰 만들고잇는데 봐주실분?
[152]
석효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20 10666 68
241085
썸네일
[싱갤] 싱글벙글 대인배로 오해받은 러시아
[239]
ㅇㅇ(210.90) 06.20 29585 285
241083
썸네일
[부갤] 미국에서 한국인이 운영하는 카페가 유행이라 신조어도 생김
[495]
ㅇㅇ(5.252) 06.20 24646 101
241081
썸네일
[야갤] 작년 토종 OTT 중, 유일하게 흑자낸 곳.jpg
[328]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20 25370 187
241079
썸네일
[싱갤] 싱글벙글 18년만에 검거된 미제사건
[185]
하후돈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20 33487 322
241077
썸네일
[이갤] 수학 얘기 안해도 특유의 분위기로 구별가능한 수학자의 특징.jpg
[277]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20 23926 189
241075
썸네일
[카연] 음악정보툰) "고대 수메르 세계관에 과몰입한 뮤지션이 일 낸 사건" 외
[43]
TEAM_BSPK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20 10896 37
241071
썸네일
[기갤] 사람 죽어도 달라진 게 없다, 여전히 숨막히는 그곳.jpg
[393]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20 26498 164
241069
썸네일
[필갤] 필카찍었던거
[22]
임바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20 7179 12
241067
썸네일
[이갤] 도파민 중독을 얕보면 안되는 이유...jpg
[371]
설윤아기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20 38315 162
241065
썸네일
[싱갤] 싱글벙글 추억의 세계적인 최고의 마술사
[109]
수인갤러리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20 17034 102
241063
썸네일
[야갤] 북한 뺨 때린 중국, '혈맹' 이상기류.jpg
[239]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20 25877 118
241061
썸네일
[싱갤] 훌쩍훌쩍 무지개 다리를 건건 반려견과 닮은 댕댕이를 마주쳤을때.jpg
[107]
수인갤러리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20 14902 39
241059
썸네일
[토갤] 더 샤이닝의 잭 토렌스(잭니콜슨) 레진피규어 도색해보았습니다.
[95]
장난감만드는아빠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20 9301 60
241057
썸네일
[코갤] 나정도안생기면 돈이고 머고 소용없는이유
[417]
부산노도(175.198) 06.20 26827 100
241055
썸네일
[싱갤] 나이키 슬로건의 모티브가 된 사형수..JPG
[114]
환송대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20 26069 122
241051
썸네일
[싱갤] 훌쩍훌쩍 백호의 진실
[334]
청매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20 24263 196
241049
썸네일
[카연] (주작임)20살때 여자애가 삼고초려해서 술마신 썰.manhwa
[192]
슈퍼사워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20 26726 213
241047
썸네일
[자갤] 인도사람들의 타타자동차 인식
[366]
ㅇㅇ(211.235) 06.20 24554 176
241045
썸네일
[싱갤] 독학으로 세계적 킥복서가 된 일본인..gif
[289]
방파제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20 25282 227
241043
썸네일
[야갤] 조리원, 키즈카페, 사교육비.. 돈 아닌 게 없는 부담.jpg
[433]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20 17016 48
241041
썸네일
[일갤] 스압)아바시리 감옥 갔다가, 북단찍고 오는 길
[33]
이번생은포기한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20 9192 27
241039
썸네일
[싱갤] 싱글벙글 몽골이 북한의 분탕짓을 농락하는 방법
[206]
하후돈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20 30084 509
241037
썸네일
[카연] 유령자국 1화
[37]
오탈자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20 10032 96
241035
썸네일
[이갤] 어느 BJ의 훈육법.jpg
[486]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20 47361 521
241032
썸네일
[싱갤] 오싹오싹 양팔이 다잘렸는데 다시 붙인 남자ㄷㄷㄷ..jpg
[409]
ㅇㅇ(122.42) 06.20 48679 400
241030
썸네일
[야갤] 순직해 별이 된 구조대원, 마운드에서 그 아들과의 만남.jpg
[87]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20 14022 81
241029
썸네일
[디갤] 무지성 블랙미스트 1/2 빔
[18]
디붕이(39.124) 06.20 4747 2
241027
썸네일
[싱갤] 싱글벙글 미투터진 일본 영화 감독
[216]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20 22724 114
갤러리 내부 검색
제목+내용게시물 정렬 옵션

오른쪽 컨텐츠 영역

실시간 베스트

1/8

뉴스

디시미디어

디시이슈

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