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시인사이드 갤러리

갤러리 이슈박스, 최근방문 갤러리

갤러리 본문 영역

노들섬 TMI - 참가작 <숨> 심사평 및 출품 이미지

TMI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024.06.12 18:00:02
조회 10791 추천 20 댓글 37


7dedef08e4df3daa6bacc58a1bd02d334425b7cd2891d8bc50f22be4f5f1447d96

1. 작품설명

Step 1: Future Infra

기존의 노들섬에 3개의 캔버스가 그려진다. 각각의 캔버스 영역에는 기존 시설, 도로, 자연이 놓여있다. 

채워질 여지가 있는 캔버스는 서울 도시를 비추는 요소이다. 

평면상에서의 캔버스는 도시적 경관, 즉 입면상에서 하나의 선으로 읽힌다. 

시각적으로 복잡한 도시에 하나를 더하기 보다는 하나를 비우는 전략이다.


Step 2: Geo Web

노들섬의 동서를 연결하는 공중보행로인 그물망과 그 사이에 놓인 징검돌은 문화 예술 섬으로서의 목적성과 상징성을 부여하는 동시에 도시의 풍경을 새롭게 경험하는 역동적인 장소이다.


Step 3: Nature Node

섬 전체를 하나의 통합적인 생태계로 만들기 위해 지형과 수환경이 자연스럽게 연속되도록 수변부를 재구성하고 기존의 식생영역을 넓혀 도심 속의 오아시스를 구성한다. 

또한 자연의 순환 체계를 적극적으로 도입함으로써 지속 가능한 노들섬을 만든다.



2. 각 심사위원 평

심사위원 조용준

전체 섬의 대지를 생태적인 바탕으로 만들고 상부에 미래세대를 위한 인프라스트럭처를 만든 전략이 매우 독창적임.

기존 옹벽 구조물을 활용하고 돌과 식물을 더하여 계획한 호안엣지는 한강에 필요한 생태적인 호안으로 보여 지나, 한강의 유속과 수위를 고려해 볼 때 동측의 일부 호안 엣지는 구조적인 보완이 필요할 것으로 보여짐.

두 개의 층위(지오웹 + 미래인프라스트럭처)로 만들어지는 입체구조물들이 기존 건축물과 중심마당과 어떻게 연계되는지에 대한 설명이 부족한 것이 아쉬움.


심사위원 벤 반 베르켈

이 프로젝트는 세 가지 레이어 접근방식이 매우 흥미롭다. 

풍경, 그 위의 링, 그리고 다양한 경험을 제공하는 타워가 그렇다. 

이 디자인은 건축 중심이며 조경의 관점에서 접근하지 않아 대중의 접근성이 떨어진다. 

링의 설계된 영역과 관련된 프로그래밍도 개선의 여지가 있다.


심사위원 이정훈

도시적 스케일에서 반응하는 매스의 수직, 수평적 배분. 

분절된 대지를 수평적 보행축을 통하여 통합하고 연결 지음. 

건축을 인프라의 개념으로 설정, 추후 다양한 확장 가능성을 제시함.

다양한 식생을 연결하는 특징적인 축에 대한 해석과 기존 프로그램과 연계된 공간 해석이 인상적임. 

지형적 조건을 도시적 스케일에서 해석하고 이를 건축적 공간으로 상징화 하였다는 점이 독창적임.


심사위원 최문규

노들섬의 전체 형태와 완전히 대비되는 도시적이고 인프라 스트럭쳐 스케일의 매스를 대비적으로 공중에 부유시킨 단순하지만 강하고 독창적인 제안. 

매일 사용하지만 사실상 사람이 살지 않는 노들섬에 거주의 가능성을 볼 수 있었던 제안이지만 부유한 매스의 프로그램으로 제안된 전시장은 저에겐 설득력이 모자람. 

강남북에서 보는 낮과 밤의 풍경도 계절과 조명을 통해 다양할 수 있는 좋은 제안이나 그와 중첩된 하부 구조와의 연관성을 이해하기 어려움.


심사위원 정현태

Breath 안은 도시전체에 대한 해석이 탁월하고 대범한 디자인 접근이 탁월합니다. 

Future Infra는 다양한 기능을 가능하게 하면서도 미래의 변화에 대응할 수 있는 좋은 고려입니다. 

Geo Web의 디자인은 탁월하나 부분적으로 과도해 보이고 기능이나 공간적 측면에서 유연성이 더 필요해 보입니다. 

다양한 수변 프로그램이 우수하고 특히 환경위기를 고려한 지속가능한 디자인이 돋보입니다.


심사위원 톰 메인

심사위원들은 이 제안의 강인함과 대담함에 찬사를 보냈다. 

이 디자인은 섬 전체 위에 떠 있는 견고한 인프라 대형 구조물이 특징이다. 

구조물의 규모가 강의 규모와 맞물려 한강의 양쪽 강변에서 모두 눈에 띄는 인상적인 요소가 되었다. 

이 대형 구조물은 구불구불한 조경 산책로 위에 겹쳐져 도시와 자연 요소를 완벽하게 통합했다. 

7개의 제안 중 유일하게 24시간 접근이 가능하며, 심사위원단은 미래 세대를 위한 적응성을 높이 평가했다.


심사위원 김용화

섬 위에 놓여진 직사각형 테두리 구조물이 시선을 확 이끔.

위로 높이 만들어진 전망대도 노들섬 및 한강의 야경을 즐길 수 있는 랜드마크의 역할을 잘 수행.

서울의 도시 이미지와 잘 어울리는 건축물.

내부 오솔길에서 보이는 컨테이너 길과의 다소 이질적인 부조화가 예술성을 자아냄.

3. 이미지

03bcdd23e9d72bb551b6dbb411d41b6dfe0ca5ec2d0f0803bbe13b64893189406d

03bcdd23e9d72bb551b6dbb411d41b6dfd0ca5ec2d0f0803bbe13b6d8a368b41f956

03bcdd23e9d72bb551b6dbb411d41b6dfc0ca5ec2d0f0803bbe13b6d8b318947a0df

03bcdd23e9d72bb551b6dbb411d41b6dfb0ca5ec2d0f0803bbe13b6d8b308e45d1d9

03bcdd23e9d72bb551b6dbb411d41b6dfa0ca5ec2d0f0803bbe13b6981308b4a6e



4. 설계도판

03bcdd23e9d72bb551afd7bb13dd1b6d6b7d21f545a80ab32c9df464cb153a58cd88

03bcdd23e9d72bb551afd7bb13dd1b6d687d21f545a80ab32c9df464cd113659f4f8

03bcdd23e9d72bb551afd7bb13dd1b6d697d21f545a80ab32c9df464cd1a3858c431

03bcdd23e9d72bb551afd7bb13dd1b6d6e7d21f545a80ab32c9df464cf14385db7ba

03bcdd23e9d72bb551afd7bb13dd1b3c98e56ab67d69cf44b51f24a900ce43ac7afe48



5. 개념도

03bcdd23e9d72bb551bbdfb411c3253036501d2d36ed0105face435eeedf4aa2730ced

03bcdd23e9d72bb551bbdfb411c3253036501e2d36ed0105face435eeedc4da7049bde

03bcdd23e9d72bb551bbdfb411c3253036501f2d36ed0105face435eeedc4ea5a795ef

03bcdd23e9d72bb551bbdfb411c325303650182d36ed0105face435eeed94aa8a544e4

03bcdd23e9d72bb551bbdfb411c325303650192d36ed0105face435eeedf4ca07bb44230

03bcdd23e9d72bb551bbdfb411c3253036501a2d2cf30105face435eeedb48a90c3cfd



6. 입면도

03bcdd23e9d72bb551badab000ee746cb4c538c760b665872b9f5cb004a2231e



7. 평면도

03bcdd23e9d72bb551afdab418ee746cb76033cdadeeea56755f953e10f9431b0a450badb58798624047d0d83350e88e0df56375

03bcdd23e9d72bb551afdab418ee746f562d2025bdc0f4f226f42fcfce10f63cc9314daee319e7cbd897

03bcdd23e9d72bb551afdab418ee746eafc50ad28b9cea3b1ddefe1ab01cdc968eb375fbeb6120a9fc241e015af914ff91

03bcdd23e9d72bb551afdab418ee7469d005ce5ff7bcf4c1b0babbacaa6a21c600a8271681ad44718004e5c66e5d9b0297a03860767935



8. 단면도

03bcdd23e9d72bb551acd3b62981757370ba156ad27dd0838a0ecc7c6135b5



9. 배치도

03bcdd23e9d72bb551acdfa113c1283c1fbf862891163c709361e0f07043a3bbe1d2



사견:

의외로 좋은 평이 나온 의외의 공모작.




출처: 도시 미관 갤러리 [원본 보기]

추천 비추천

20

고정닉 3

3

댓글 영역

전체 댓글 0
등록순정렬 기준선택
본문 보기

하단 갤러리 리스트 영역

왼쪽 컨텐츠 영역

갤러리 리스트 영역

갤러리 리스트
번호 제목 글쓴이 작성일 조회 추천
설문 사이버 렉카로 가장 피해 입은 것 같은 스타는? 운영자 24/07/22 - -
공지 실시간베스트 갤러리 이용 안내 [1926/2] 운영자 21.11.18 6330919 452
249668
썸네일
[야갤] MZ세대에게 일침놓는 남자.JPG
[2]
코브라카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9:35 266 3
249665
썸네일
[디갤] 사진몇장
[9]
쿼르츠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9:25 642 11
249662
썸네일
[새갤] 의외로 충청 카르텔이 장악한 것
[63]
한현사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9:15 4299 69
249659
썸네일
[싱갤] 싱글벙글 막장 드라마를 만드는 이유
[63]
ㅇㅇ(27.124) 19:05 4669 25
249656
썸네일
[그갤] 진짜 이런 사람이 있구만
[93]
ㅇㅇ(221.150) 18:55 4695 70
249654
썸네일
[야갤] 스압) 일본 사람이 바람을 많이 피는 이유
[191]
야갤러(211.234) 18:50 8966 54
249652
썸네일
[싱갤] 깨닫깨닫 102030 세대에게 글 읽는 습관이 중요한 이유
[111]
김미레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8:45 7821 53
249650
썸네일
[붕갤] 이번 서코에서 샘 코스프레 했었음
[61]
yu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8:40 7726 44
249648
썸네일
[건갤] 의사가 말하는 뇌를 망가뜨리는 음식
[234]
당돌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8:35 12211 33
249646
썸네일
[히갤] 역대 <데드풀>국내..관객수 근황...jpg
[113]
ㅇㅇ(175.119) 18:30 8451 88
249642
썸네일
[디갤] 스압) 부산 흰여울마을 36장
[26]
Z_fc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8:20 2057 19
249640
썸네일
[싱갤] 심리심리 남자가 어린 여자 좋아하는 이유...jpg
[242]
ㅇㅇ(103.50) 18:15 31726 133
249638
썸네일
[밀갤] 직장 잘린 밀양 가해자들 피해자에게 도리어 '해명' 요구
[157]
ㅇㅇ(45.128) 18:10 8787 62
249636
썸네일
[카연] 뜨리껄매지껄! 장난마법의 소녀
[25]
닭또리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8:05 4062 65
249634
썸네일
[싱갤] 싱글벙글 경화수월 맥주 뉴스 댓글 모음.news
[121]
ㅇㅇ(1.234) 18:00 8371 98
249632
썸네일
[유갤] 상반기 손익분기점 넘긴..한국영화...근황....jpg
[179]
ㅇㅇ(175.119) 17:55 10731 29
249630
썸네일
[야갤] "집이 왜 시원하지?" 에어컨 틀고 여행갔다가...
[333]
은하♥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7:50 16703 69
249628
썸네일
[주갤] 비혼선언 후 마음이 바뀐 여성들 근황.jpg
[660]
태아령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7:45 27680 676
249626
썸네일
[부갤] 트럼프당선시 국내 대출금리 상승하는 이유
[266]
부갤러(193.176) 17:40 9415 135
249624
썸네일
[싱갤] 으악으악 대졸자 400만명이 일도, 구직도 안 하는 이유
[659]
ㅇㅇ(116.121) 17:35 25859 199
249620
썸네일
[유갤] 선자령백패킹-연곡솔향기오토캠 후기 2부
[29]
댕댕이애호가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7:25 2367 25
249618
썸네일
[기갤] '걷기 힘들지?', 자전거 뒷자리에 닭 태워준 아이.jpg
[92]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7:20 9572 55
249616
썸네일
[싱갤] Mlb 도전한 고우석 근황...
[155]
ㅇㅇ(119.203) 17:15 11164 73
249614
썸네일
[야갤] "실내에서 슬리퍼 신지 말라는 와이프 이게 맞습니까?".jpg
[248]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7:10 14429 20
249612
썸네일
[해갤] 이강인 맨시티 1000억오퍼 찐 맞는데.jpg
[421]
ㅇㅇ(211.179) 17:05 20186 327
249610
썸네일
[싱갤] 우웩우웩 민주당 대선후보 카말라 해리스의 과거...jpg
[193]
ㅇㅇ(59.19) 17:00 13760 212
249608
썸네일
[주갤] 조부모를 위해 공개구혼하는 17세 베트남녀.jpg
[283]
태아령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6:55 14907 112
249606
썸네일
[카연] 같은 반 친구가 신경 쓰여 1화
[55]
나감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6:50 6785 72
249604
썸네일
[이갤] 삼성서울병원 연구팀 "30대가 초산 최적기"
[818]
배그린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6:45 14689 44
249602
썸네일
[야갤] 유승준 UFC 준비, "내 팔뚝이 제일 굵어"
[303]
ㅇㅇ(106.101) 16:40 15603 52
249598
썸네일
[디갤] 람보르기니 슈퍼 트로페오 컵-1
[18]
마일드세븐FK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6:30 3499 15
249596
썸네일
[이갤] 강제로 평양냉면집 끌려간 이탈리아 쉐프의 최후.jpg
[203]
감돌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6:25 16196 80
249594
썸네일
[주갤] 70만 유튜버 : 남자들아 잠재적 범죄자 취급받는게 억울해?
[857]
ㅇㅇ(185.114) 16:20 30270 179
249592
썸네일
[싱갤] 인류역사상 최악의 실수 Top 11.jpg
[317]
딸근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6:15 21818 63
249590
썸네일
[전갤] 무단횡단하다 차량 두 대에 '날벼락' 뒤차 운전자는?..jpg
[148]
몽쉘통통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6:10 9601 49
249588
썸네일
[주갤] 독일여자가 생각하는 한국 결혼, 출산율 낮은 원인
[315]
++스나이퍼갑(211.36) 16:05 17063 527
249586
썸네일
[부갤] 중국인이 해외 공항에서 느낀다는 열등감...JPG
[350]
ㅇㅇ(175.198) 16:00 35873 350
249584
썸네일
[싱갤] 오싹오싹 씹존잘 축구선수 여체화 시키기ㄷㄷ..JPG
[134]
ㅇㅇ(61.82) 15:55 14692 56
249582
썸네일
[일갤] 카나자와 1박2일 여행기
[24]
ウマyoん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5:50 4680 18
249580
썸네일
[주갤] 아기안고 포토라인 섰던 이선균 협박녀.jpg
[190]
태아령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5:45 22352 145
249578
썸네일
[토갤] [kfa] 감독 선임과정 설명하겠음
[129]
ㅇㅇ(106.101) 15:40 7427 25
249576
썸네일
[싱갤] 싱글벙글 일본 2022년 인스턴트 봉지라면 탑10
[156]
너무핸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5:35 13820 31
249574
썸네일
[무갤] 서울시, 강서구에 말라리아 경보 발령…양천구 이어 두번째
[219]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5:30 10751 50
249572
썸네일
[카갤] 카라큘라 범죄 사실 3천만원 갈취 공갈•협박 시인
[176]
ㅇㅇ(106.101) 15:25 14290 161
249571
썸네일
[리갤] QWER이 프로게이머와 맞팔해서 현타온 팬
[424]
롤갤러(149.34) 15:20 24811 167
249568
썸네일
[싱갤] 르노 직원 손가락 논란으로 여성시대에 찍힌 유튜버
[306]
무스탕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5:10 28276 634
249566
썸네일
[무갤] 서울 한 고교 교사, 2억5400만원 받고 수천개 문항 팔아
[204]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5:05 15009 129
249565
썸네일
[스갤] 삼성전자 파업자 26.5% 돌파
[487]
ㅇㅇ(116.120) 15:00 14841 149
249563
썸네일
[싱갤] 띠룩띠룩 우울증걸린 고도비만녀.vlog
[390]
이강우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4:55 41787 360
갤러리 내부 검색
제목+내용게시물 정렬 옵션

오른쪽 컨텐츠 영역

실시간 베스트

1/8

뉴스

디시미디어

디시이슈

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