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시인사이드 갤러리

갤러리 이슈박스, 최근방문 갤러리

갤러리 본문 영역

[MBC] 석유·가스 개발로 지진 날 수 있다?

정치마갤용계정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024.06.13 16:50:02
조회 19156 추천 46 댓글 532

a1451c666907c42cbe4a5d75d391a8fad7c2776b7b5c477bfe58fbbe160dd1a73b5e0507d8ea8371a9ecf78ee4b4783076dd2ddd5c195affc8f167362234eb322606b40cf625236e0f269d73ba7a9b85e8012c9d4e8691d0493d05c1fd9c56907187ad7c0356cda072efa5f0470539e6bcd6b1f93088dd356a34b6b0ad11fb9a9edab01d870ae04848cb2ea3f5b9d1f2d4e7b137

최근 정부가 동해 석유·가스 개발 추진을 발표한 뒤, 인접한 포항 지역을 중심으로 지진 발생을 우려하는 목소리가 나오고 있습니다.

시추 과정에서 주변 지역에 지진이 일어날 수 있다는 건데요.

실제로 석유 시추와 지진은 얼마나 연관성이 있는 건지, 팩트체크 '알고보니'에서 확인해 봤습니다.

a1451c666907c42cbe4a5d75d391a8fad7c2776b7b5c477bfe58fbbe160dd1a73b5e0507d8ea8371a9ecf78ee4b4783076dd2ddd5c195affc8f167362234eb322606b40cf625236e0f269d73ba7a9b85e8012c9d4e8691d0493d05c1fd9c56907187ad7c0356cda072efa5f0470539e6bcd6b1f93089dd337d67a6a1ba11f087fbf2d43eba7ffe1bfc4d812e2b8f4e2df1c488

네덜란드 북부에 위치한 유럽 최대규모의 천연가스 매장지인 흐로닝언 가스전.

1959년 발견돼 여전히 4천 5백억 제곱미터의 가스가 남아있는 것으로 추정되지만, 네덜란드 정부는 두 달 전 이곳을 영구 폐쇄했습니다.

지난 1986년부터 이곳에서 발생한 지진은 약 1천6백 건.

a1451c666907c42cbe4a5d75d391a8fad7c2776b7b5c477bfe58fbbe160dd1a73b5e0507d8ea8371a9ecf78ee4b4783076dd2ddd5c195affc8f167362234eb322606b40cf625236e0f269d73ba7a9b85e8012c9d4e8691d0493d05c1fd9c56907187ad7c0356cda072efa5f0470539e6bcd6b1f93089dd306834b6b0ad11fb9af534794b7ae366c699dbff58f73f3b08ca15fea9

조사를 진행한 네덜란드 정부는 "흐로닝언에서 추출된 가스가 지진을 일으킨다"고 결론 내렸습니다.

a1451c666907c42cbe4a5d75d391a8fad7c2776b7b5c477bfe58fbbe160dd1a73b5e0507d8ea8371a9ecf78ee4b4783076dd2ddd5c195affc8f167362234eb322606b40cf625236e0f269d73ba7a9b85e8012c9d4e8691d0493d05c1fd9c56907187ad7c0356cda072efa5f0470539e6bcd6b1f93089dd336c34b6b0ad11fb9ad09535fe68f79983ed253086d2458c2abe065bbe

가스 추출로 지표면 아래 암석에 가해지는 압력이 줄어든 게 지진의 원인으로 분석된다는 겁니다.

a1451c666907c42cbe4a5d75d391a8fad7c2776b7b5c477bfe58fbbe160dd1a73b5e0507d8ea8371a9ecf78ee4b4783076dd2ddd5c195affc8f167362234eb322606b40cf625236e0f269d73ba7a9b85e8012c9d4e8691d0493d05c1fd9c56907187ad7c0356cda072efa5f0470539e6bcd6b1f93089dd326934b6b0ad11fb9ac9569098bc3091178ef0800d7405456a76ad48cf

미국의 주요 석유·가스 생산지인 오클라호마주.

이곳에서는 2010년부터 갑자기 지진이 급증하기 시작했습니다.

그 이전에는 1년에 평균 두 번 정도 일어나던 규모 3.0 이상의 지진이 2015년에는 1천 번 가까이로 치솟은 겁니다.

a1451c666907c42cbe4a5d75d391a8fad7c2776b7b5c477bfe58fbbe160dd1a73b5e0507d8ea8371a9ecf78ee4b4783076dd2ddd5c195affc8f167362234eb322606b40cf625236e0f269d73ba7a9b85e8012c9d4e8691d0493d05c1fd9c56907187ad7c0356cda072efa5f0470539e6bcd6b1f93089dd356834b6b0ad11fb9a583a5af2dc9c2cf147a9f792782039ebff6e6d44

2010년대는 미국에서 시추 기술 혁신으로 석유과 가스의 대량 생산이 이뤄진 셰일 혁명 시기.

a1451c666907c42cbe4a5d75d391a8fad7c2776b7b5c477bfe58fbbe160dd1a73b5e0507d8ea8371a9ecf78ee4b4783076dd2ddd5c195affc8f167362234eb322606b40cf625236e0f269d73ba7a9b85e8012c9d4e8691d0493d05c1fd9c56907187ad7c0356cda072efa5f0470539e6bcd6b1f93089dd346e34b6b0ad11fb9a4c08fb32569c8ef29883fd1c3de858adda0de11e

미국 에너지정보청은 "지진 발생의 증가는 셰일에서 채굴하는 석유와 천연가스 생산량이 늘어난 시점과 일치한다"고 분석했습니다.

a1451c666907c42cbe4a5d75d391a8fad7c2776b7b5c477bfe58fbbe160dd1a73b5e0507d8ea8371a9ecf78ee4b4783076dd2ddd5c195affc8f167362234eb322606b40cf625236e0f269d73ba7a9b85e8012c9d4e8691d0493d05c1fd9c56907187ad7c0356cda072efa5f0470539e6bcd6b1f9308edd327d67a6a1ba11f08774dc7f0741a2196e462434d2faca63ce6048b7

그 원인으로는 수압파쇄라는 채굴 방식이 지목됩니다.

a1451c666907c42cbe4a5d75d391a8fad7c2776b7b5c477bfe58fbbe160dd1a73b5e0507d8ea8371a9ecf78ee4b4783076dd2ddd5c195affc8f167362234eb322606b40cf625236e0f269d73ba7a9b85e8012c9d4e8691d0493d05c1fd9c56907187ad7c0356cda072efa5f0470539e6bcd6b1f9308edd306934b6b0ad11fb9af413ad766cb6fc2e8014077a5a6d28ea8d006c60

이 공법은 땅속에 설치한 파이프에서 엄청난 압력으로 화학물질이 섞인 물을 쏘는 방식으로 원유와 가스가 저장된 암석을 깨는 겁니다.

a1451c666907c42cbe4a5d75d391a8fad7c2776b7b5c477bfe58fbbe160dd1a73b5e0507d8ea8371a9ecf78ee4b4783076dd2ddd5c195affc8f167362234eb322606b40cf625236e0f269d73ba7a9b85e8012c9d4e8691d0493d05c1fd9c56907187ad7c0356cda072efa5f0470539e6bcd6b1f9308edd336f34b6b0ad11fb9a6ad134cd29ac757ceb7170b91daa87e689bbfeaf

이때 나오는 폐수를 지하 저장소에 보관하는데, 이게 지층을 자극해서 지진이 발생한다는 게 미국 지질조사국 견해입니다.

a1451c666907c42cbe4a5d75d391a8fad7c2776b7b5c477bfe58fbbe160dd1a73b5e0507d8ea8371a9ecf78ee4b4783076dd2ddd5c195affc8f167362234eb322606b40cf625236e0f269d73ba7a9b85e8012c9d4e8691d0493d05c1fd9c56907187ad7c0356cda072efa5f0470539e6bcd6b1f9308edd326d34b6b0ad11fb9ad91afdbf804218f86244e2e8c9a0eda8500bbd3a

실제로, 오클라호마주가 폐수 처리 과정을 규제하기 시작한 이후, 지진은 줄었습니다.

a1451c666907c42cbe4a5d75d391a8fad7c2776b7b5c477bfe58fbbe160dd1a73b5e0507d8ea8371a9ecf78ee4b4783076dd2ddd5c195affc8f167362234eb322606b40cf625236e0f269d73ba7a9b85e8012c9d4e8691d0493d05c1fd9c56907187ad7c0356cda072efa5f0470539e6bcd6b1f9308edd326e34b6b0ad11fb9a4e62abcef1833ea7333bd3abe36d2640f7355e6b

반대로 지진 걱정 없이 안전한 유전도 있습니다.

a1451c666907c42cbe4a5d75d391a8fad7c2776b7b5c477bfe58fbbe160dd1a73b5e0507d8ea8371a9ecf78ee4b4783076dd2ddd5c195affc8f167362234eb322606b40cf625236e0f269d73ba7a9b85e8012c9d4e8691d0493d05c1fd9c56907187ad7c0356cda072efa5f0470539e6bcd6b1f9308edd326534b6b0ad11fb9a428b5edfabd62c80b2638327303ee68ce7aa4aa0

유전 주변의 단층 구조와 지반의 성질은 어떤지, 유전의 위치가 육지인지 바다인지, 또, 시추 공법이 뭔지 등 다양한 요인에 따라 지진 발생 가능성이 달라지는 겁니다.

a1451c666907c42cbe4a5d75d391a8fad7c2776b7b5c477bfe58fbbe160dd1a73b5e0507d8ea8371a9ecf78ee4b4783076dd2ddd5c195affc8f167362234eb322606b40cf625236e0f269d73ba7a9b85e8012c9d4e8691d0493d05c1fd9c56907187ad7c0356cda072efa5f0470539e6bcd6b1f9308edd356534b6b0ad11fb9a92f5aee7d7b6d875b5fea6fec8269456e2b428a9

이제 막 개발을 추진 중인 동해의 경우 현재 단계에서 그 가능성을 판단하기는 어렵습니다.

a1451c666907c42cbe4a5d75d391a8fad7c2776b7b5c477bfe58fbbe160dd1a73b5e0507d8ea8371a9ecf78ee4b4783076dd2ddd5c195affc8f167362234eb322606b40cf625236e0f269d73ba7a9b85e8012c9d4e8691d0493d05c1fd9c56907187ad7c0356cda072efa5f0470539e6bcd6b1f9308edd346e34b6b0ad11fb9ab3aa54c630291bf5a15589c6abe5976e839079dc


a1451c666907c42cbe4a5d75d391a8fad7c2776b7b5c477bfe58fbbe160dd1a73b5e0507d8ea8371a9ecf78ee4b4783076dd2ddd5c195affc8f167362234eb322606b40cf625236e0f269d73ba7a9b85e8012c9d4e8691d0493d05c1fd9c56907187ad7c0356cda072efa5f0470539e6bcd6b1f9308fdd357d67a6a1ba11f0870c719c8a934e35b0371f89929f40447440fb14

탐사 시추 단계에서의 지진 발생 가능성은 희박한 만큼, 과한 기대나 공포를 갖기보다는 과학적인 분석과 투명한 검증으로 신뢰를 쌓아가는 것이 필요해 보입니다.

https://n.news.naver.com/article/214/0001354505



출처: 새로운보수당 갤러리 [원본 보기]

추천 비추천

46

고정닉 9

395

원본 첨부파일 16본문 이미지 다운로드

댓글 영역

전체 댓글 0
등록순정렬 기준선택
본문 보기

하단 갤러리 리스트 영역

왼쪽 컨텐츠 영역

갤러리 리스트 영역

갤러리 리스트
번호 제목 글쓴이 작성일 조회 추천
설문 사이버 렉카로 가장 피해 입은 것 같은 스타는? 운영자 24/07/22 - -
공지 실시간베스트 갤러리 이용 안내 [1926/2] 운영자 21.11.18 6335918 452
249763
썸네일
[이갤] AV 여배우.. 한국 걸그룹 도전 ..jpg
[10]
3dd(121.183) 01:45 523 14
249761
썸네일
[싱갤] 싱글벙글 자살 절벽
[47]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35 17165 75
249757
썸네일
[공갤] 스압) 코리아케라톱스 마리오네트 완성
[21]
제브라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15 1480 50
249753
썸네일
[무갤] 요즘 중국 업체들이 나거한에서 돈 버는 방법
[129]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0:55 6471 91
249751
썸네일
[싱갤] 싱글벙글 역대 미국 대통령들의 최애 음식들
[119]
시진핑의왼쪽부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0:45 6748 40
249749
썸네일
[이갤] 훌쩍훌쩍 당뇨 걸린 사람의 인생...manhwa
[156]
시립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0:35 7207 65
249747
썸네일
[야갤] 수술실 조명은 어떻게 그림자가 안 생길까?.jpg
[69]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0:25 7313 63
249745
썸네일
[상갤] <다크 나이트 라이즈> 관련 몇 가지 사실들…
[66]
어텀스나이더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0:15 6713 55
249743
썸네일
[싱갤] 같은 배우가 성우 연기한 캐릭터들
[118]
노루망고상륙작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0:05 22864 113
249741
썸네일
[주갤] (블라) 남친이 짠돌이라는 블줌마 ㅋㅋㅋ
[202]
블라탐험가페페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2 10781 213
249739
썸네일
[싱갤] 싱글벙글 한반도의 미친 퍼리충 조상 이야기들.SSUL
[89]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2 7507 67
249737
썸네일
[헤갤] Tanchjim x HiFiGO 4U 리뷰 - "당신을 위한 텐치짐"
[109]
RSGARU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2 4354 36
249733
썸네일
[싱갤] 싱글벙글 코드 맞으면 극호인 데드풀 특유의 유머.jpg
[121]
수인갤러리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2 14576 101
249731
썸네일
[야갤] 탈북민들이 국정원에서 가장 충격받았던 것
[193]
야갤러(211.234) 07.22 16195 119
249728
썸네일
[유갤] 어제의 위력정찰은~
[30]
마늘도살자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2 6236 27
249725
썸네일
[기갤] 터키 여행갔는데 세탁기에 여권 돌려버림
[84]
긷갤러(78.153) 07.22 13386 119
249722
썸네일
[싱갤] 같은 반 여자애한테 야구 가르쳐주는 만화
[111]
Patronu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2 11064 79
249720
썸네일
[메갤] 토트넘 공계의 조몬국 방문의 일뽕 만화, 영국인들 반응 떴다 ㄷㄷㄷ
[171]
ㅇㅇ(1.217) 07.22 7534 103
249717
썸네일
[헬갤] 현재 운동인들 사이에서 BTS급 인기라는 보디빌더.jpg
[243]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2 22828 33
249713
썸네일
[주갤] adhd 아내와 24살 남편 같이보자.jpg
[472]
태아령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2 27999 377
249710
썸네일
[싱갤] 감동감동 카피라이트의 중요성
[140]
이강우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2 12146 117
249704
썸네일
[싱갤] 블라블라 눈수술하고 장님될 위기라는 블라인
[434]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2 28541 158
249701
썸네일
[카연] 가족들이랑 샤워하는 만화 [야한거X]
[77]
박똥개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2 11869 105
249698
썸네일
[유갤] 갑자기 분위기 싸해진걸 느낀 유재석
[201]
ㅇㅇ(91.109) 07.22 26700 55
249695
썸네일
[무갤] ‘벼랑 끝 자영업자’ 저축은행 연체율 10% 육박
[276]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2 12875 82
249692
썸네일
[싱갤] 요즘 전쟁 이야기가 많으니 재조명되는 고전명작 영화
[191]
ㅇㅇ(221.165) 07.22 23995 152
249689
썸네일
[야갤] 아이돌 경호원...10대 팬 머리 때려 뇌진탕 ㄹㅇ...jpg
[568]
Adida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2 29281 479
249687
썸네일
[야갤] 진심 음식 먹으러 한국에 온듯한 일본인 유튜버
[334]
ㅇㅇ(106.101) 07.22 25342 213
249683
썸네일
[주갤] 수영강사에 환장하는 한국여자들 jpg
[371]
주갤러(106.101) 07.22 39756 530
249680
썸네일
[싱갤] 싱글벙글 육군 막사별 난이도
[556]
nigger892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2 39031 209
249677
썸네일
[무갤] 부모도 경악할 정도로 속물인 한녀 썰
[211]
ㅇ.ㅇ(112.152) 07.22 25626 348
249674
썸네일
[싱갤] 훌쩍훌쩍 아들이 세상에 남기고 간 법
[279]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2 37190 236
249668
썸네일
[야갤] MZ세대에게 일침놓는 남자.JPG
[1074]
코브라카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2 34475 297
249665
썸네일
[디갤] 사진몇장
[14]
쿼르츠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2 6251 20
249662
썸네일
[새갤] 의외로 충청 카르텔이 장악한 것
[266]
한현사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2 24151 263
249659
썸네일
[싱갤] 싱글벙글 막장 드라마를 만드는 이유
[178]
ㅇㅇ(27.124) 07.22 19227 91
249656
썸네일
[그갤] 진짜 이런 사람이 있구만
[220]
ㅇㅇ(221.150) 07.22 17471 182
249654
썸네일
[야갤] 스압) 일본 사람이 바람을 많이 피는 이유
[449]
야갤러(211.234) 07.22 33830 196
249652
썸네일
[싱갤] 깨닫깨닫 102030 세대에게 글 읽는 습관이 중요한 이유
[199]
김미레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2 23384 160
249650
썸네일
[붕갤] 이번 서코에서 샘 코스프레 했었음
[88]
yu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2 17295 78
249648
썸네일
[건갤] 의사가 말하는 뇌를 망가뜨리는 음식
[452]
당돌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2 35950 108
249646
썸네일
[히갤] 역대 <데드풀>국내..관객수 근황...jpg
[203]
ㅇㅇ(175.119) 07.22 23187 213
249642
썸네일
[디갤] 스압) 부산 흰여울마을 36장
[35]
Z_fc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2 4922 30
249640
썸네일
[싱갤] 심리심리 남자가 어린 여자 좋아하는 이유...jpg
[425]
ㅇㅇ(103.50) 07.22 49868 253
249638
썸네일
[밀갤] 직장 잘린 밀양 가해자들 피해자에게 도리어 '해명' 요구
[263]
ㅇㅇ(45.128) 07.22 21061 140
249636
썸네일
[카연] 뜨리껄매지껄! 장난마법의 소녀
[29]
닭또리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2 8187 74
249634
썸네일
[싱갤] 싱글벙글 경화수월 맥주 뉴스 댓글 모음.news
[203]
ㅇㅇ(1.234) 07.22 16047 156
249632
썸네일
[유갤] 상반기 손익분기점 넘긴..한국영화...근황....jpg
[245]
ㅇㅇ(175.119) 07.22 21315 55
249630
썸네일
[야갤] "집이 왜 시원하지?" 에어컨 틀고 여행갔다가...
[606]
은하♥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2 32860 133
갤러리 내부 검색
제목+내용게시물 정렬 옵션

오른쪽 컨텐츠 영역

실시간 베스트

1/8

뉴스

디시미디어

디시이슈

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