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시인사이드 갤러리

갤러리 이슈박스, 최근방문 갤러리

갤러리 본문 영역

[단독] "대학병원 10곳 중 최소 4곳 집단 휴진"... 환자들 격앙

정치마갤용계정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024.06.14 10:05:02
조회 13252 추천 69 댓글 440

12312ce6692cf42a935f963ed12164b6b0e88f3a4f72a14dea0833b7c05018c108d3fba95dc814f0bbf0f91743a78f9ff5a7ec68f819d5b992c4eee95ccf1381eb8456bea9a11b8b923fcbeac65ad59d7a6c13b4710d03fd51cc732a40605ebe5ec4f7d8b8b75bf418c1d048c9bd4ffbc0aa3f791f13556950ef839b0fdf1192af28a042ac086c99ad90568f1027090deba034

의대 교수들과 동네 개원의들까지 참여하는 의료계 집단 휴진이 닷새 앞으로 다가왔습니다.

정부는 실제 참여율이 높지는 않을 거라면서도 촉각을 곤두세우고 있는데요.

MBC 취재 결과, 정부는 현재 전국 대학병원의 약 40%가 휴진에 동참할 걸로 파악하고 있습니다.

12312ce6692cf42a935f963ed12164b6b0e88f3a4f72a14dea0833b7c05018c108d3fba95dc814f0bbf0f91743a78f9ff5a7ec68f819d5b992c4eee95ccf1381eb8456bea9a11b8b923fcbeac65ad59d7a6c13b4710d03fd51cc732a40605ebe5ec4f7d8b8b75bf418c1d048c9bd4ffbc0aa3f791f13566a50ef839b0fdf1192b2fec2b75d7521a5d601299c2949458f52798c

오는 18일로 예고된 대한의사협회의 집단 휴진.

정부는 의대 교수들의 경우 참여율이 낮을 걸로 전망합니다.

12312ce6692cf42a935f963ed12164b6b0e88f3a4f72a14dea0833b7c05018c108d3fba95dc814f0bbf0f91743a78f9ff5a7ec68f819d5b992c4eee95ccf1381eb8456bea9a11b8b923fcbeac65ad59d7a6c13b4710d03fd51cc732a40605ebe5ec4f7d8b8b75bf418c1d048c9bd4ffbc0aa3f791f13576f50ef839b0fdf1192f52812be7487bfa66e7863cc4a242ecde98b5e


12312ce6692cf42a935f963ed12164b6b0e88f3a4f72a14dea0833b7c05018c108d3fba95dc814f0bbf0f91743a78f9ff5a7ec68f819d5b992c4eee95ccf1381eb8456bea9a11b8b923fcbeac65ad59d7a6c13b4710d03fd51cc732a40605ebe5ec4f7d8b8b75bf418c1d048c9bd4ffbc0aa3f791f13506950ef839b0fdf11922a67b5d383e4b33bc47171910830bfc9744ac3

하지만 보건복지부가 40개 의과대학 산하 병원 88곳을 전수 조사해봤더니, 어제 기준 30곳이 집단 휴진 동참을 결정한 것으로 파악됐습니다.

12312ce6692cf42a935f963ed12164b6b0e88f3a4f72a14dea0833b7c05018c108d3fba95dc814f0bbf0f91743a78f9ff5a7ec68f819d5b992c4eee95ccf1381eb8456bea9a11b8b923fcbeac65ad59d7a6c13b4710d03fd51cc732a40605ebe5ec4f7d8b8b75bf418c1d048c9bd4ffbc0aa3f791f13516d50ef839b0fdf11927a66bfb2e9acb1897a2fcacb6ddc86e9d16941

오늘도 최소 5곳이 참여를 결정해, 대학병원들의 동참 규모는 더 늘어날 수 있습니다.

12312ce6692cf42a935f963ed12164b6b0e88f3a4f72a14dea0833b7c05018c108d3fba95dc814f0bbf0f91743a78f9ff5a7ec68f819d5b992c4eee95ccf1381eb8456bea9a11b8b923fcbeac65ad59d7a6c13b4710d03fd51cc732a40605ebe5ec4f7d8b8b75bf418c1d048c9bd4ffbc0aa3f791e13567c03ff928c0fd40c89909b4e9c352044c262e8626b90d93261ce84

특히 17일과 27일부터 각각 '무기한 휴진'을 선언한 서울의대와 세브란스 등 수도권 5대 상급종합병원도 모두 집단 휴진을 결의했습니다.

12312ce6692cf42a935f963ed12164b6b0e88f3a4f72a14dea0833b7c05018c108d3fba95dc814f0bbf0f91743a78f9ff5a7ec68f819d5b992c4eee95ccf1381eb8456bea9a11b8b923fcbeac65ad59d7a6c13b4710d03fd51cc732a40605ebe5ec4f7d8b8b75bf418c1d048c9bd4ffbc0aa3f791e135c7c03ff928c0fd40c89f43788a3d61bba58ee5209622ccdeb83c346

다만 서울의대 산하 병원 3곳과 아산병원 등은 병원장의 '휴진 불허' 방침이 내려진 게 변수입니다.

12312ce6692cf42a935f963ed12164b6b0e88f3a4f72a14dea0833b7c05018c108d3fba95dc814f0bbf0f91743a78f9ff5a7ec68f819d5b992c4eee95ccf1381eb8456bea9a11b8b923fcbeac65ad59d7a6c13b4710d03fd51cc732a40605ebe5ec4f7d8b8b75bf418c1d048c9bd4ffbc0aa3f791e13556850ef839b0fdf1192e1e7c383c5b1380fd8192becc1b4def2b16237

이들 중 부산의 동아대병원은 휴가 사용도 금지하며, 집단 행동 참여 의사를 상대로 손해배상 소송을 검토하는 걸로 알려졌습니다.

12312ce6692cf42a935f963ed12164b6b0e88f3a4f72a14dea0833b7c05018c108d3fba95dc814f0bbf0f91743a78f9ff5a7ec68f819d5b992c4eee95ccf1381eb8456bea9a11b8b923fcbeac65ad59d7a6c13b4710d03fd51cc732a40605ebe5ec4f7d8b8b75bf418c1d048c9bd4ffbc0aa3f791e13566950ef839b0fdf11927a9e6303644587cb3e3caca3289dc6f77044e8

의협은 '단일 대오'로 뭉치자고 회원들을 독려하면서도, "이제 정부가 답을 줄 시간"이라며 휴진 재검토 가능성을 내비치기도 했습니다.

12312ce6692cf42a935f963ed12164b6b0e88f3a4f72a14dea0833b7c05018c108d3fba95dc814f0bbf0f91743a78f9ff5a7ec68f819d5b992c4eee95ccf1381eb8456bea9a11b8b923fcbeac65ad59d7a6c13b4710d03fd51cc732a40605ebe5ec4f7d8b8b75bf418c1d048c9bd4ffbc0aa3f791e13576c50ef839b0fdf11920ba058cfe7ba132f758b3f0ec17a44ffb84564


12312ce6692cf42a935f963ed12164b6b0e88f3a4f72a14dea0833b7c05018c108d3fba95dc814f0bbf0f91743a78f9ff5a7ec68f819d5b992c4eee95ccf1381eb8456bea9a11b8b923fcbeac65ad59d7a6c13b4710d03fd51cc732a40605ebe5ec4f7d8b8b75bf418c1d048c9bd4ffbc0aa3f791e13506b50ef839b0fdf1192629401d3f6700aab214fe1c0399d7f858596c9

의협의 주축을 이루는 개원의들의 참여 폭도 관심입니다.

정부는 이미 전국 3만 6천여 곳에 '진료 명령'과 '휴진 신고 명령'을 내렸습니다.

12312ce6692cf42a935f963ed12164b6b0e88f3a4f72a14dea0833b7c05018c108d3fba95dc814f0bbf0f91743a78f9ff5a7ec68f819d5b992c4eee95ccf1381eb8456bea9a11b8b923fcbeac65ad59d7a6c13b4710d03fd51cc732a40605ebe5ec4f7d8b8b75bf418c1d048c9bd4ffbc0aa3f791e13516c50ef839b0fdf119275c5c949d8bc8dd102c85d2f3c5dace4c68838

휴진할 병·의원들은 오늘까지 신고해야 하는데, 18일 당일 지자체별 휴진율이 30%를 넘으면 업무개시명령이 발동됩니다.

https://n.news.naver.com/article/214/0001354766

12312ce6692cf42a935f963ed12164b6b0e88f3a4f72a14dea0833b7c05018c108d3fba95dc814f0bbf0f91743a78f9ff5a7ec68f819d5b992c4eee95ccf1381eb8456bea9a11b8b923fcbeac65ad59d7a6c13b4710d03fd51cc732a40605ebe5ec4f7d8b8b75bf418c1d048c9bd4ffbc0aa3f791113556850ef839b0fdf11924e3d5f86e9380be14d1bde658ad130652003d5

정부는 의료계의 집단 휴진이 현행법상 금지된 '진료 거부' 행위라며, 엄정 대응 방침을 거듭 강조했습니다.

90여 개의 환자단체들도 한자리에 모여 휴진 결정 철회를 촉구한 가운데, 의료대란을 막아보려는 국회의 중재 움직임도 시작됐습니다.

12312ce6692cf42a935f963ed12164b6b0e88f3a4f72a14dea0833b7c05018c108d3fba95dc814f0bbf0f91743a78f9ff5a7ec68f819d5b992c4eee95ccf1381eb8456bea9a11b8b923fcbeac65ad59d7a6c13b4710d03fd51cc732a40605ebe5ec4f7d8b8b75bf418c1d048c9bd4ffbc0aa3f791113566a50ef839b0fdf11923b91e19f1e3f701fec0b31db1b780c5dcbb682

심장병과 당뇨병, 암 환자 등 92개의 환자단체가 국회 앞에 모였습니다.

12312ce6692cf42a935f963ed12164b6b0e88f3a4f72a14dea0833b7c05018c108d3fba95dc814f0bbf0f91743a78f9ff5a7ec68f819d5b992c4eee95ccf1381eb8456bea9a11b8b923fcbeac65ad59d7a6c13b4710d03fd51cc732a40605ebe5ec4f7d8b8b75bf418c1d048c9bd4ffbc0aa3f791113576450ef839b0fdf1192d0fb5e2a8c1b4c653400de3cd0838d36ab4f3c

전공의 이탈 상황을 넉 달째 버텼는데 이젠 집단휴진까지 참아야 하느냐며, 의사들의 집단행동에도 피해가 최소화될 수 있도록 관련 법 개정이 시급하다고 촉구했습니다.

12312ce6692cf42a935f963ed12164b6b0e88f3a4f72a14dea0833b7c05018c108d3fba95dc814f0bbf0f91743a78f9ff5a7ec68f819d5b992c4eee95ccf1381eb8456bea9a11b8b923fcbeac65ad59d7a6c13b4710d03fd51cc732a40605ebe5ec4f7d8b8b75bf418c1d048c9bd4ffbc0aa3f791113506850ef839b0fdf1192ff26082f698029d6688161f4890ef24beae1df

일부 환자단체는 대한의사협회에 직접 호소문을 전달하기도 했습니다.

12312ce6692cf42a935f963ed12164b6b0e88f3a4f72a14dea0833b7c05018c108d3fba95dc814f0bbf0f91743a78f9ff5a7ec68f819d5b992c4eee95ccf1381eb8456bea9a11b8b923fcbeac65ad59d7a6c13b4710d03fd51cc732a40605ebe5ec4f7d8b8b75bf418c1d048c9bd4ffbc0aa3f791113516550ef839b0fdf119282df700b00274f379caa3be2893b16c60a6ae1


12312ce6692cf42a935f963ed12164b6b0e88f3a4f72a14dea0833b7c05018c108d3fba95dc814f0bbf0f91743a78f9ff5a7ec68f819d5b992c4eee95ccf1381eb8456bea9a11b8b923fcbeac65ad59d7a6c13b4710d03fd51cc732a40605ebe5ec4f7d8b8b75bf418c1d048c9bd4ffbc0aa3f791013556c50ef839b0fdf11920e024ef000551cf837b15f7567eeb0e92a8c52

정부는 이미 예약된 환자의 진료를 일방적으로 취소하면, 의료법이 금지하는 '진료 거부'에 해당한다고 강조했습니다.

12312ce6692cf42a935f963ed12164b6b0e88f3a4f72a14dea0833b7c05018c108d3fba95dc814f0bbf0f91743a78f9ff5a7ec68f819d5b992c4eee95ccf1381eb8456bea9a11b8b923fcbeac65ad59d7a6c13b4710d03fd51cc732a40605ebe5ec4f7d8b8b75bf418c1d048c9bd4ffbc0aa3f791013566e50ef839b0fdf1192b18d16bc17432454291b6538839b2d3cb865b9

한 달간의 자격정지 처분이나, 1년 이하의 징역, 1천만 원 이하의 벌금에 처해질 수 있습니다.

12312ce6692cf42a935f963ed12164b6b0e88f3a4f72a14dea0833b7c05018c108d3fba95dc814f0bbf0f91743a78f9ff5a7ec68f819d5b992c4eee95ccf1381eb8456bea9a11b8b923fcbeac65ad59d7a6c13b4710d03fd51cc732a40605ebe5ec4f7d8b8b75bf418c1d048c9bd4ffbc0aa3f791013566550ef839b0fdf119208f9f9ec9f10daf697f5ebe2580747f213e3a4

오늘부터는 종합병원 외에 동네 의원급의 휴진 피해 신고도 접수하기로 했습니다.

12312ce6692cf42a935f963ed12164b6b0e88f3a4f72a14dea0833b7c05018c108d3fba95dc814f0bbf0f91743a78f9ff5a7ec68f819d5b992c4eee95ccf1381eb8456bea9a11b8b923fcbeac65ad59d7a6c13b4710d03fd51cc732a40605ebe5ec4f7d8b8b75bf418c1d048c9bd4ffbc0aa3f791013576950ef839b0fdf1192968e9c0133444b8f418663435f7cd13e3ef0b2


12312ce6692cf42a935f963ed12164b6b0e88f3a4f72a14dea0833b7c05018c108d3fba95dc814f0bbf0f91743a78f9ff5a7ec68f819d5b992c4eee95ccf1381eb8456bea9a11b8b923fcbeac65ad59d7a6c13b4710d03fd51cc732a40605ebe5ec4f7d8b8b75bf418c1d048c9bd4ffbc0aa3f791013516e50ef839b0fdf1192b3e4b0ee5cc5c0e81b6bd663b94c32e00b5e5e

정부와 의료계가 대화의 실마리를 찾지 못하면서, 막 개원한 22대 국회가 중재에 나섰습니다.

박주민 보건복지위원장 등 야당 의원들이 오는 17일 무기한 휴진에 들어갈 서울대병원 교수들을 하루 앞선 16일에 만날 계획입니다.

12312ce6692cf42a935f963ed12164b6b0e88f3a4f72a14dea0833b7c05018c108d3fba95dc814f0bbf0f91743a78f9ff5a7ec68f819d5b992c4eee95ccf1381eb8456bea9a11b8b923fcbeac65ad59d7a6c13b4710d03fd51cc732a40605ebe5ec4f7d8b8b75bf418c1d048c9bd4ffbc0aa3f791013516450ef839b0fdf119224aa79b05e0ef8fd5c803b941086b1d529fbe4

오늘 첫 전체회의를 연 보건복지위는 오는 19일 조규홍 보건복지부 장관을 불러 현안보고를 받기로 했습니다.

https://n.news.naver.com/article/214/0001354767



출처: 새로운보수당 갤러리 [원본 보기]

추천 비추천

69

고정닉 14

16

원본 첨부파일 23본문 이미지 다운로드

댓글 영역

전체 댓글 0
등록순정렬 기준선택
본문 보기

하단 갤러리 리스트 영역

왼쪽 컨텐츠 영역

갤러리 리스트 영역

갤러리 리스트
번호 제목 글쓴이 작성일 조회 추천
설문 흡연때문에 이미지 타격 입은 것 같은 스타는? 운영자 24/07/15 - -
이슈 [디시人터뷰] '좋아해요'로 마음을 사로잡은 배우 최하슬 운영자 24/07/17 - -
공지 실시간베스트 갤러리 이용 안내 [1922/2] 운영자 21.11.18 6275295 452
248814
썸네일
[이갤] K-드라마에서 봤던 무속인이 사주봐주는 것이 너무 신기한 미국인 엄마
[6]
감돌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8:30 234 2
248812
썸네일
[해갤] '하루 전화 100통' 해병대 장교의 스토킹 "잃을 게 없다"
[26]
해갤러(118.235) 18:25 917 13
248810
썸네일
[싱갤] 싱글벙글 일본의 코스프레 해주고 사진찍어주는 스튜디오
[33]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8:20 3041 16
248808
썸네일
[무갤] "3만 원에 행복감 느끼며 세상 떠"... '안락사 캡슐' 도입 임박
[173]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8:15 4129 94
248806
썸네일
[M갤] 아무도 안써서 내가 쓰는 폐족 전반기 결산(1)
[22]
조지부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8:10 1642 36
248804
썸네일
[걸갤] 아이돌 라이브에 대한 외퀴 생각
[85]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8:05 2574 21
248802
썸네일
[싱갤] 싱글벙글 외국인한테 군고구마에 우유 먹이기...jpg
[172]
빠요엔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8:00 6015 22
248798
썸네일
[키갤] 전세계적으로 윈도우 블루스크린 에러 뜨고 있대
[149]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7:50 7216 28
248796
썸네일
[야갤] 북한 극딜하는 중국인? 중국이 자국의 역사라 주장하는 고구려 유적 탐방
[132]
옌우응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7:45 4295 49
248793
썸네일
[싱갤] 싱글벙글 도쿄 한인타운에서 한국인 출입금지를 내건 식당
[223]
파파야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7:40 6755 56
248791
썸네일
[히갤] 스압) 문명특급 출연한<데드풀 & 울버린>근황....jpg
[100]
ㅇㅇ(175.119) 17:35 3912 14
248789
썸네일
[중갤] 메이플 페미 개발진 기싸움 근황.jpg
[277]
왕구리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7:30 12405 64
248787
썸네일
[주갤] 한베부부 한국으로 시집온 여자의 일상을 같이보자.jpg
[282]
태아령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7:25 10597 220
248785
썸네일
[디갤] 유럽여행중인 디붕이 파리사진 올린다
[29]
김김김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7:20 2118 14
248783
썸네일
[싱갤] 컵에서 컵으로 음료를 따를 때 왜 꼭 흘리게 되는 걸까?
[138]
ㅇㅇ(182.210) 17:15 9964 51
248781
썸네일
[새갤] [JTBC] '임성근 구명로비 의혹' 보도에…국민의힘 "제보공작"
[45]
정치마갤용계정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7:10 3440 26
248779
썸네일
[싱갤] 몇시간전, 일본 사이타마현 가와구치시의 아파트에서 폭발사고
[107]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7:05 8086 23
248775
썸네일
[싱갤] 먹방 스타 사망...
[323]
ㅁㅇㄹ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6:55 37300 107
248773
썸네일
[야갤] 성추행 혐의 출석하는 허경영
[94]
ㅇㅇ(112.173) 16:50 7761 31
248771
썸네일
[중갤] 디아블로4 확장팩 신규 직업 " 혼령사 "
[260]
웅웅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6:45 10139 41
248769
썸네일
[특갤] 라이브 비디오를 실시간 스타일 변환하는 'Live2Diff' 등장
[34]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6:40 5997 22
248767
썸네일
[무갤] “욱일기 벤츠 女차주, 스티커 찢자 신고” 계속되는 목격담
[452]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6:35 12118 177
248765
썸네일
[싱갤] 서구 주도 세계질서가 흔들리고 있는 이유...
[277]
싱붕이(1.177) 16:30 12093 83
248763
썸네일
[이갤] 외래종 라이언피쉬 잡아서 회 떠먹는 유튜버.jpg
[85]
감돌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6:25 10615 30
248761
썸네일
[새갤] 14억명의 인생을 바꾸고 있는 남자
[108]
라파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6:20 17499 85
248759
썸네일
[전갤] 카드깡으로 무려 55억 챙긴 20대 사기꾼 긴급체포..jpg
[217]
몽쉘통통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6:15 13087 41
248757
썸네일
[싱갤] 최재천 저격함.
[420]
ㅁㅇㄹ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6:10 24349 328
248755
썸네일
[대갤] 中, 한국 올림픽 대표팀 단복은 더글로리 연진이 죄수복... 황당한 조롱
[155]
난징대파티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6:05 8271 98
248750
썸네일
[필갤] O-Zone 롱텀 사용 후기
[16]
원툴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5:55 4715 22
248748
썸네일
[로갤] 매년 장마철에 강가에서 캠핑하다 죽는 사람 나오는 이유...
[222]
시마시마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5:50 12575 176
248746
썸네일
[싱갤] 싱글벙글 방금 새 유튜브 업로드한 북한 레지스탕스 채널
[190]
ㅇㅇ(211.119) 15:45 14996 161
248744
썸네일
[주갤] 여성시대에서 군인 비하하는 한국 여자들
[277]
주갤러(124.51) 15:40 15217 312
248742
썸네일
[남갤] 어느 패션 유튜버가 생각하는 다양한 패션 소화에 적합한 몸.jpg
[188]
ㅇㅇ(211.234) 15:35 15641 52
248740
썸네일
[싱갤] 인스타그램 게시물로 남편에게 이혼 통보한 두바이 공주.jpg
[83]
ㅇㅇ(113.130) 15:30 15925 35
248738
썸네일
[이갤] 남해에서 수제 식혜 기부한 염정아.jpg
[83]
감돌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5:25 8165 14
248736
썸네일
[메갤] 프랑스 국가대표팀 'JAP' 표기 논란
[321]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5:20 13735 190
248734
썸네일
[대갤] 日정부, 중국군은 1주일 내 대만 완전 봉쇄 후 상륙 가능할 것
[437]
난징대파티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5:15 10885 123
248732
썸네일
[싱갤] 싱글벙글 작년 탈북한 일가족 9명의 이야기
[282]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5:10 20940 250
248730
썸네일
[중갤] 대한민국 보수당 성희롱 사건 정리ㄷㄷ
[410]
정치병자(49.164) 15:05 10825 118
248727
썸네일
[주갤] 우울한 34살 블라녀
[589]
주갤현자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4:55 37795 473
248725
썸네일
[기갤] '쯔양 협박의혹' 카라큘라, 영상 65개 무더기 삭제
[219]
긷갤러(104.129) 14:50 17772 84
248724
썸네일
[싱갤] 싱글벙글 100명의 언냐들 앞에 무릎꿇은 손흥민
[163]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4:45 14571 59
248722
썸네일
[부갤] 트럼프, 대선직 수락... 금리인하 강행
[307]
ㅇㅇ(211.234) 14:40 12939 84
248721
썸네일
[이갤] 탈북민이 10년동안 당한 세뇌 5분만에 풀린 이유.jpg
[286]
감돌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4:35 19399 259
248719
썸네일
[야갤] "이거 치워!" 손짓 휘휘, 찰스 3세 또 '짜증 폭발'.jpg
[200]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4:30 12672 70
248718
썸네일
[싱갤] 와들와들 무속인이 된 딸을 받아들일 수 없는 모친.jpg
[447]
BlackWolfStudio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4:25 16248 61
248716
썸네일
[갤갤] 버즈3 프로 리콜 오피셜이라는데
[240]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4:20 16522 143
248715
썸네일
[새갤] [단독] 성범죄 전담 검사 출신 변호사, 알고 보니 성범죄 전과자
[228]
정치마갤용계정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4:15 12730 97
248713
썸네일
[야갤] 장수생 친구.. 내가 잘못한걸까?.blind
[656]
야갤러(180.68) 14:10 21338 137
갤러리 내부 검색
제목+내용게시물 정렬 옵션

오른쪽 컨텐츠 영역

실시간 베스트

1/8

뉴스

디시미디어

디시이슈

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