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시인사이드 갤러리

갤러리 이슈박스, 최근방문 갤러리

갤러리 본문 영역

[채널A] 법원출석한 이재명 “희대의 조작 사건..언론은 검찰 애완견”

정치마갤용계정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024.06.15 12:00:02
조회 17895 추천 247 댓글 463

- 관련게시물 : 속보) 이재명, 극대노

1691f910c0ef782d876b5a5fd291057d948b029639be4aab12423e6750c4a83d7d6702ddb7999999233a752897e6e2afc4955cc6f3d55447d805459efb4e802a55df2d749cabb98182c50b1c18248ec06e160be792c29f3deeeaa829be184b91b801d0ac757c8cf1ca28a7748124950d907578c79989dfa4cead5bfc1605de48b621606f916b49fdf7f779e1ff73d88c9fcea2301028de3472896a6582da076a7e52576a1348dc4e7f21dbcd350e9e9f1019f66b443ba3ed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표는 대선기간 허위사실을 말한 혐의로 오늘도 법원을 찾았습니다. 

"김문기 처장을 몰랐다" 이 발언 때문이죠.

검찰이 오늘 더 확실히 입증하겠다며 공소장 변경을 요청했습니다.

1691f910c0ef782d876b5a5fd291057d948b029639be4aab12423e6750c4a83d7d6702ddb7999999233a752897e6e2afc4955cc6f3d55447d805459efb4e802a55df2d749cabb98182c50b1c18248ec06e160be792c29f3deeeaa829be184b91b801d0ac757c8cf1ca28a7748124950d907578c79989dfa4cead5bfc1605de48b621606f916b49fdf7f779e1ff73d88c9fcea2301028de3473806a629289177b40705af50aac4564a4e7d871a1698be949e2e51a107426

오늘도 서초동 법원에 출석한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표.

지난 대선 기간 "고 김문기 전 성남도시개발1처장을 몰랐다"거나 "백현동 용도 변경은 국토부 협박 때문이었다"는 허위사실을 말한 혐의로 공직선거법 위반 재판을 받고 있습니다.

1691f910c0ef782d876b5a5fd291057d948b029639be4aab12423e6750c4a83d7d6702ddb7999999233a752897e6e2afc4955cc6f3d55447d805459efb4e802a55df2d749cabb98182c50b1c18248ec06e160be792c29f3deeeaa829be184b91b801d0ac757c8cf1ca28a7748124950d907578c79989dfa4cead5bfc1605de48b621606f916b49fdf7f779e1ff73d88c9fcea2301028de3473806a6186da076aa0c9e8495e664485b7a970b163ab88c9bbebbcce4116a43b

검찰은 오늘 재판부에 공소장 변경을 요청했습니다.

1691f910c0ef782d876b5a5fd291057d948b029639be4aab12423e6750c4a83d7d6702ddb7999999233a752897e6e2afc4955cc6f3d55447d805459efb4e802a55df2d749cabb98182c50b1c18248ec06e160be792c29f3deeeaa829be184b91b801d0ac757c8cf1ca28a7748124950d907578c79989dfa4cead5bfc1605de48b621606f916b49fdf7f779e1ff73d88c9fcea2301028de3473806a6282da076af30e2a56750f3d507b79c026cbfe52c037462a816ab03668

재판 과정에서 나온 진술과 증거를 추가해 이 대표 혐의를 다지기 위해섭니다.

1691f910c0ef782d876b5a5fd291057d948b029639be4aab12423e6750c4a83d7d6702ddb7999999233a752897e6e2afc4955cc6f3d55447d805459efb4e802a55df2d749cabb98182c50b1c18248ec06e160be792c29f3deeeaa829be184b91b801d0ac757c8cf1ca28a7748124950d907578c79989dfa4cead5bfc1605de48b621606f916b49fdf7f779e1ff73d88c9fcea2301028de3473806a6281da076a24a07952a13ee29efebda4f2879272989db4702f37657d8d


1691f910c0ef782d876b5a5fd291057d948b029639be4aab12423e6750c4a83d7d6702ddb7999999233a752897e6e2afc4955cc6f3d55447d805459efb4e802a55df2d749cabb98182c50b1c18248ec06e160be792c29f3deeeaa829be184b91b801d0ac757c8cf1ca28a7748124950d907578c79989dfa4cead5bfc1605de48b621606f916b49fdf7f779e1ff73d88c9fcea2301028de3473806a6486da076a60292be16d8c4806f22701e32daad05aee974f9414f2f8d0

검찰은 유동규 전 본부장 진술 등을 토대로 이 대표가 성남시장 당선 전부터 고 김문기 전 성남도시개발공사 처장을 알았다는 걸 입증하는 데 주력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1691f910c0ef782d876b5a5fd291057d948b029639be4aab12423e6750c4a83d7d6702ddb7999999233a752897e6e2afc4955cc6f3d55447d805459efb4e802a55df2d749cabb98182c50b1c18248ec06e160be792c29f3deeeaa829be184b91b801d0ac757c8cf1ca28a7748124950d907578c79989dfa4cead5bfc1605de48b621606f916b49fdf7f779e1ff73d88c9fcea2301028de3473806a6582da076ab5b527be23b1e3e2b3725139385b2b32b144c630e1372ce2

검찰은 유동규 전 본부장 진술 등을 토대로 이 대표가 성남시장 당선 전부터 고 김문기 전 성남도시개발공사 처장을 알았다는 걸 입증하는 데 주력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1691f910c0ef782d876b5a5fd291057d948b029639be4aab12423e6750c4a83d7d6702ddb7999999233a752897e6e2afc4955cc6f3d55447d805459efb4e802a55df2d749cabb98182c50b1c18248ec06e160be792c29f3deeeaa829be184b91b801d0ac757c8cf1ca28a7748124950d907578c79989dfa4cead5bfc1605de48b621606f916b49fdf7f779e1ff73d88c9fcea2301028de3473816a629289177b54a1f469f0881da10fcadf6a72225216079ab2a5a976f0

이 사건 재판은 올해 안에 1심 선고가 날 가능성이 가장 높다는 관측이 나옵니다.

공직선거법 재판은 6개월 안에 끝내야 하는데, 이미 1년 반 넘게 진행됐기 때문입니다.

1691f910c0ef782d876b5a5fd291057d948b029639be4aab12423e6750c4a83d7d6702ddb7999999233a752897e6e2afc4955cc6f3d55447d805459efb4e802a55df2d749cabb98182c50b1c18248ec06e160be792c29f3deeeaa829be184b91b801d0ac757c8cf1ca28a7748124950d907578c79989dfa4cead5bfc1605de48b621606f916b49fdf7f779e1ff73d88c9fcea2301028de3473816a6282da076a65c1ed9e814d27465eca043694a1f7c1c6943168cf9f2b04

하지만, 변호인단은 “기존의 공소장과 기초사실 자체가 다르다”거나 “허위사실과 관련 없는 내용도 방대하게 기재됐다”며 여전히 적절치 않다고 반박했습니다.

심리 막바지에 이르러 재판을 지연하려는 의도가 아니냐는 지적도 나옵니다.

https://n.news.naver.com/article/449/0000277521

1691f910c0ef782d876b5a5fd291057d948b029639be4aab12423e6750c4a83d7d6702ddb7999999233a752897e6e2afc4955cc6f3d55447d805459efb4e802a55df2d749cabb98182c50b1c18248ec06e160be792c29f3deeeaa829be184b91b801d0ac757c8cf1ca28a7748124950d907578c79989dfa4cead5bfc1605de48b621606f916b49fdf7f779e1ff73d88c9fcea2301028de3473816a6481da076a27a6c5eec8c8e3f6b13c6c34b17f2a2083b00028bfaa549e

이재명 대표, 앞서보신 이 재판에 나오면서 긴급 회견을 열었습니다.

쌍방울 대북송금과 관련해 제3자뇌물혐의로 기소됐죠.

“희대의 조작사건”이라며 검찰, 법원, 언론을 모두 비판했습니다. 

1691f910c0ef782d876b5a5fd291057d948b029639be4aab12423e6750c4a83d7d6702ddb7999999233a752897e6e2afc4955cc6f3d55447d805459efb4e802a55df2d749cabb98182c50b1c18248ec06e160be792c29f3deeeaa829be184b91b801d0ac757c8cf1ca28a7748124950d907578c79989dfa4cead5bfc1605de48b621606f916b49fdf7f779e1ff73d88c9fcea2301028de3473816a6587da076a2ad9195a46838a4eb4b91223438c582ff3ed7d168a2e2995

서울중앙지법에 출석한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표.

준비한 입장문을 꺼내더니 제3자뇌물 혐의로 기소한 검찰을 질타했습니다.

1691f910c0ef782d876b5a5fd291057d948b029639be4aab12423e6750c4a83d7d6702ddb7999999233a752897e6e2afc4955cc6f3d55447d805459efb4e802a55df2d749cabb98182c50b1c18248ec06e160be792c29f3deeeaa829be184b91b801d0ac757c8cf1ca28a7748124950d907578c79989dfa4cead5bfc1605de48b621606f916b49fdf7f779e1ff73d88c9fcea2301028de3473826a629289177b791801ac2928f37dc3acde580f7cf26a3f447744148fdf


1691f910c0ef782d876b5a5fd291057d948b029639be4aab12423e6750c4a83d7d6702ddb7999999233a752897e6e2afc4955cc6f3d55447d805459efb4e802a55df2d749cabb98182c50b1c18248ec06e160be792c29f3deeeaa829be184b91b801d0ac757c8cf1ca28a7748124950d907578c79989dfa4cead5bfc1605de48b621606f916b49fdf7f779e1ff73d88c9fcea2301028de3473826a6283da076a374c942456164723769eead115d9ac7839a5cfa60eee8ea1

법원을 향해서도 날을 세웠습니다.

안부수 아태평화교류협회 회장의 1심 재판부는 "쌍방울이 주가 상승을 노리고 벌인 대북 사업"이라고 판단했는데, 이화영 전 부지사의 1심 재판부는 쌍방울이 경기도 비용을 대납했다는 다른 판결을 했다는 겁니다.

1691f910c0ef782d876b5a5fd291057d948b029639be4aab12423e6750c4a83d7d6702ddb7999999233a752897e6e2afc4955cc6f3d55447d805459efb4e802a55df2d749cabb98182c50b1c18248ec06e160be792c29f3deeeaa829be184b91b801d0ac757c8cf1ca28a7748124950d907578c79989dfa4cead5bfc1605de48b621606f916b49fdf7f779e1ff73d88c9fcea2301028de3473826a6380da076a3184a73db352f9e2399dcfa9dff579898d6feb21ae948391

언론에도 불만을 쏟아냈습니다.

1691f910c0ef782d876b5a5fd291057d948b029639be4aab12423e6750c4a83d7d6702ddb7999999233a752897e6e2afc4955cc6f3d55447d805459efb4e802a55df2d749cabb98182c50b1c18248ec06e160be792c29f3deeeaa829be184b91b801d0ac757c8cf1ca28a7748124950d907578c79989dfa4cead5bfc1605de48b621606f916b49fdf7f779e1ff73d88c9fcea2301028de3473826a6582da076a0edc3bff6484d1428a797c637c838ce9608c125220433bff


1691f910c0ef782d876b5a5fd291057d948b029639be4aab12423e6750c4a83d7d6702ddb7999999233a752897e6e2afc4955cc6f3d55447d805459efb4e802a55df2d749cabb98182c50b1c18248ec06e160be792c29f3deeeaa829be184b91b801d0ac757c8cf1ca28a7748124950d907578c79989dfa4cead5bfc1605de48b621606f916b49fdf7f779e1ff73d88c9fcea2301028de3473836a669289177b7db7ad9f851a51dc25b02bd21bfc9cc681c546adcaa7bd

기자회견은 시작부터 소동도 벌어졌습니다.

1691f910c0ef782d876b5a5fd291057d948b029639be4aab12423e6750c4a83d7d6702ddb7999999233a752897e6e2afc4955cc6f3d55447d805459efb4e802a55df2d749cabb98182c50b1c18248ec06e160be792c29f3deeeaa829be184b91b801d0ac757c8cf1ca28a7748124950d907578c79989dfa4cead5bfc1605de48b621606f916b49fdf7f779e1ff73d88c9fcea2301028de3473836a6181da076aa30d207ac4ca3ae8f14573c585359267ef5d6f3591d98775


1691f910c0ef782d876b5a5fd291057d948b029639be4aab12423e6750c4a83d7d6702ddb7999999233a752897e6e2afc4955cc6f3d55447d805459efb4e802a55df2d749cabb98182c50b1c18248ec06e160be792c29f3deeeaa829be184b91b801d0ac757c8cf1ca28a7748124950d907578c79989dfa4cead5bfc1605de48b621606f916b49fdf7f779e1ff73d88c9fcea2301028de3473836a618bda076ac8feea257cd4846da9b9f374fc6c510a950c021525258ded


1691f910c0ef782d876b5a5fd291057d948b029639be4aab12423e6750c4a83d7d6702ddb7999999233a752897e6e2afc4955cc6f3d55447d805459efb4e802a55df2d749cabb98182c50b1c18248ec06e160be792c29f3deeeaa829be184b91b801d0ac757c8cf1ca28a7748124950d907578c79989dfa4cead5bfc1605de48b621606f916b49fdf7f779e1ff73d88c9fcea2301028de3473836a6280da076a5bd50e9a911dfce9104cc9bb4f9ff15195629aceba149681


1691f910c0ef782d876b5a5fd291057d948b029639be4aab12423e6750c4a83d7d6702ddb7999999233a752897e6e2afc4955cc6f3d55447d805459efb4e802a55df2d749cabb98182c50b1c18248ec06e160be792c29f3deeeaa829be184b91b801d0ac757c8cf1ca28a7748124950d907578c79989dfa4cead5bfc1605de48b621606f916b49fdf7f779e1ff73d88c9fcea2301028de3473836a6285da076a6364b8005773c5d07fcc99c8ac9cee5d823d39c7cfda7649

이 대표 측은 "가장 큰 스피커인 대표가 나서야만 보도가 될 것이라는 판단에서 직접 나섰다"고 설명했습니다.

1691f910c0ef782d876b5a5fd291057d948b029639be4aab12423e6750c4a83d7d6702ddb7999999233a752897e6e2afc4955cc6f3d55447d805459efb4e802a55df2d749cabb98182c50b1c18248ec06e160be792c29f3deeeaa829be184b91b801d0ac757c8cf1ca28a7748124950d907578c79989dfa4cead5bfc1605de48b621606f916b49fdf7f779e1ff73d88c9fcea2301028de3473836a6381da076a2d7f6f454783a4d0536b0a107df2f0aebd46e1f9305e53b8

국민의힘은 "여론조작과 선동의 달인다운 발언"이라며 "정말 무고하다면 재판을 통해 당당하게 입증하면 될 일"이라고 지적했습니다.

https://n.news.naver.com/article/449/0000277522

1691f910c0ef782d876b5a5fd291057d948b029639be4aab12423e6750c4a83d7d6702ddb7999999233a752897e6e2afc4955cc6f3d55447d805459efb4e802a55df2d749cabb98182c50b1c18248ec06e160be792c29f3deeeaa829be184b91b801d0ac757c8cf1ca28a7748124950d907578c79989dfa4cead5bfc1605de48b621606f916b49fdf7f779e1ff73d88c9fcea2301028de3473846a669289177b04d29ccd1c420164c5dd6bc20791ddf1af0855f696a25e

Q1. 이재명 대표가 작심 발언한 게 맞나요?

1691f910c0ef782d876b5a5fd291057d948b029639be4aab12423e6750c4a83d7d6702ddb7999999233a752897e6e2afc4955cc6f3d55447d805459efb4e802a55df2d749cabb98182c50b1c18248ec06e160be792c29f3deeeaa829be184b91b801d0ac757c8cf1ca28a7748124950d907578c79989dfa4cead5bfc1605de48b621606f916b49fdf7f779e1ff73d88c9fcea2301028de3473846a6185da076a165e4caf6f1f2159d2d0e51e634741b1a0f0fa1c014af17d

본인 기소 이후 "검찰의 창작 수준 갈수록 떨어지고 있다"는 반응을 내놓긴 했지만 오늘은 아예 작심하고 조목조목 반박에 나선 겁니다.

말을 이어가다가 준비한 종이를 꺼내 읽어내려간 반면 이화영 유죄 선고 재판부에 본인 사건이 배당된 것에 대한 기자들 질문에는 대답하지 않고 들어갔습니다.

1691f910c0ef782d876b5a5fd291057d948b029639be4aab12423e6750c4a83d7d6702ddb7999999233a752897e6e2afc4955cc6f3d55447d805459efb4e802a55df2d749cabb98182c50b1c18248ec06e160be792c29f3deeeaa829be184b91b801d0ac757c8cf1ca28a7748124950d907578c79989dfa4cead5bfc1605de48b621606f916b49fdf7f779e1ff73d88c9fcea2301028de3473856a6182da076ab91d132f4596a83968e6da976e2e23299c196361f0e570d2

Q2. 이 대표 발언 보면 법원이 국정원 문건을 무시했다고 하는데 어떤 문건이죠?

1691f910c0ef782d876b5a5fd291057d948b029639be4aab12423e6750c4a83d7d6702ddb7999999233a752897e6e2afc4955cc6f3d55447d805459efb4e802a55df2d749cabb98182c50b1c18248ec06e160be792c29f3deeeaa829be184b91b801d0ac757c8cf1ca28a7748124950d907578c79989dfa4cead5bfc1605de48b621606f916b49fdf7f779e1ff73d88c9fcea2301028de3473856a6184da076ae5f1e92a83074213e7006256c6515d65e8fc83266a47b303

판결문에 나오는 유의미한 국정원 문건은 3가지 정도로 요약할 수 있습니다.

2020년 만들어진 문건에는 "쌍방울 계열사의 주가를 띄워주는 대가로 수익금 일부를 받기로 했다"는 북측 인사의 발언이 적혀있고요.

2019년 작성 문건은 "이재명 경기도지사의 1심 판결 이후 방북이 어려운 상황"이라고 정리한 내용입니다.

마지막은 북측 인사가 스마트팜 사업비로 500만 달러를 요구하는 대화가 적혀 있는 문건입니다.

Q3-1. 그렇다면 문건이 하나가 아닌 거네요.

네, 이재명 대표는 국정원 문건이 맞겠냐, 부도덕한 사업가의 말이 맞겠냐 비판했는데요. 

하나가 아니라 각각의 시기에 따로따로 만들어진 국정원 문건들인겁니다.

1691f910c0ef782d876b5a5fd291057d948b029639be4aab12423e6750c4a83d7d6702ddb7999999233a752897e6e2afc4955cc6f3d55447d805459efb4e802a55df2d749cabb98182c50b1c18248ec06e160be792c29f3deeeaa829be184b91b801d0ac757c8cf1ca28a7748124950d907578c79989dfa4cead5bfc1605de48b621606f916b49fdf7f779e1ff73d88c9fcea2301028de3473856a6283da076a4d80ab57a3ade331d81b5271ef2385ad3eda956c994d74b9

Q3-2. 그럼 하나하나 신빙성을 따져봐야겠는데요?

1691f910c0ef782d876b5a5fd291057d948b029639be4aab12423e6750c4a83d7d6702ddb7999999233a752897e6e2afc4955cc6f3d55447d805459efb4e802a55df2d749cabb98182c50b1c18248ec06e160be792c29f3deeeaa829be184b91b801d0ac757c8cf1ca28a7748124950d907578c79989dfa4cead5bfc1605de48b621606f916b49fdf7f779e1ff73d88c9fcea2301028de3473866a649289177b184f82f439e808d1f21c414aed3ec6f39963ca5d2ddc66

네, 재판부는 첫번째 문건에 대해 수익금 조성 방법 등 내용이 구체적이지 않고, 쌍방울의 차익 실현 움직임도 없었다고 봤습니다.

국정원의 검증 노력 역시 불분명하다며 배척했습니다. 

두번째 문건 역시 재판부는 유무죄가 바뀔 가능성을 충분히 예상할 수 있었다며 방북을 추진하는데 현실적인 장애가 없다고 봤습니다.

세번째 문건은 안부수 아태협회장 등이 북측 인사를 만난 직후 어떤 얘기를 나눴는지 진술을 청취해 만든 보고서인데 몇 년 뒤 이뤄진 김성태 전 쌍방울 회장 등의 검찰 조사 진술과도 모두 부합한다며 봤습니다.

법원이 특정인물 진술만 있는 앞선 문건은 배척하고 복수의 인물이 비슷하게 얘기하는 세번째 문건만 증거로 인정한 겁니다.

1691f910c0ef782d876b5a5fd291057d948b029639be4aab12423e6750c4a83d7d6702ddb7999999233a752897e6e2afc4955cc6f3d55447d805459efb4e802a55df2d749cabb98182c50b1c18248ec06e160be792c29f3deeeaa829be184b91b801d0ac757c8cf1ca28a7748124950d907578c79989dfa4cead5bfc1605de48b621606f916b49fdf7f779e1ff73d88c9fcea2301028de3473866a618ada076a262d07d42ef27a3bef561b8b44c2e0932295b715e61fa221

Q4. 이재명 대표는 같은 법원이 다른 판결을 했다며 안부수 회장 1심 판결도 언급했어요.

1691f910c0ef782d876b5a5fd291057d948b029639be4aab12423e6750c4a83d7d6702ddb7999999233a752897e6e2afc4955cc6f3d55447d805459efb4e802a55df2d749cabb98182c50b1c18248ec06e160be792c29f3deeeaa829be184b91b801d0ac757c8cf1ca28a7748124950d907578c79989dfa4cead5bfc1605de48b621606f916b49fdf7f779e1ff73d88c9fcea2301028de3473866a6383da076aaabbcbe1f52aa43ee975076917624c63beb83ddde4d4e096

이재명 대표는 안부수 회장의 판결을 언급하며 대북송금은 '쌍방울 그룹의 주가 부양을 위한 대북사업의 대가라고 판시했다'고 말했습니다.

1691f910c0ef782d876b5a5fd291057d948b029639be4aab12423e6750c4a83d7d6702ddb7999999233a752897e6e2afc4955cc6f3d55447d805459efb4e802a55df2d749cabb98182c50b1c18248ec06e160be792c29f3deeeaa829be184b91b801d0ac757c8cf1ca28a7748124950d907578c79989dfa4cead5bfc1605de48b621606f916b49fdf7f779e1ff73d88c9fcea2301028de3473866a6581da076a7817a93b650fe3d4529c7f2df08602c691c8804768719178

수원지법의 안부수 회장 판결문을 직접 살펴봤더니 기초사실 부분에 '주가상승의 이익을 노리고 대북사업을 추진하기로 마음 먹었다'고 돼 있습니다.

하지만 바로 앞 문장에 '북한과의 대북사업에 우선적 참여기회라는 이권뿐아니라'라고 적혀 있습니다.

1691f910c0ef782d876b5a5fd291057d948b029639be4aab12423e6750c4a83d7d6702ddb7999999233a752897e6e2afc4955cc6f3d55447d805459efb4e802a55df2d749cabb98182c50b1c18248ec06e160be792c29f3deeeaa829be184b91b801d0ac757c8cf1ca28a7748124950d907578c79989dfa4cead5bfc1605de48b621606f916b49fdf7f779e1ff73d88c9fcea2301028de3473876a659289177b3bc6e39c56d7036bc6a84c6ef5ea23593e514bd26652b6

그리고 판결문 뒷부분 실제 인정사실 부분에선 "이화영 전 부지사가 50억 원 상당의 스마트팜 비용을 지원해주기로 약속했는데, 이를 안 지켰다는 취지로 북측이 언급하자 김성태 회장이 쌍방울이 대신 내주겠다"고 한 내용이 나옵니다.

이재명 대표가 해당 판결문에서 유리한 것만 선별해 언급한 것 아니냔 지적이 나옵니다.

Q5. 이 대표는 언론을 애완견을 비유하기도 했는데, 이거 어떻게 봐야 합니까?

이재명 대표 발언부터 듣고 오시죠.

1691f910c0ef782d876b5a5fd291057d948b029639be4aab12423e6750c4a83d7d6702ddb7999999233a752897e6e2afc4955cc6f3d55447d805459efb4e802a55df2d749cabb98182c50b1c18248ec06e160be792c29f3deeeaa829be184b91b801d0ac757c8cf1ca28a7748124950d907578c79989dfa4cead5bfc1605de48b621606f916b49fdf7f779e1ff73d88c9fcea2301028de3473876a6381da076a81aa2ac8cc09d42c0c9620b3320e3b18a93c07a71614d24f


1691f910c0ef782d876b5a5fd291057d948b029639be4aab12423e6750c4a83d7d6702ddb7999999233a752897e6e2afc4955cc6f3d55447d805459efb4e802a55df2d749cabb98182c50b1c18248ec06e160be792c29f3deeeaa829be184b91b801d0ac757c8cf1ca28a7748124950d907578c79989dfa4cead5bfc1605de48b621606f916b49fdf7f779e1ff73d88c9fcea2301028de3473876a6482da076a8cd6b1e5a787d303ad115a58885673c1af623bfddc157252


1691f910c0ef782d876b5a5fd291057d948b029639be4aab12423e6750c4a83d7d6702ddb7999999233a752897e6e2afc4955cc6f3d55447d805459efb4e802a55df2d749cabb98182c50b1c18248ec06e160be792c29f3deeeaa829be184b91b801d0ac757c8cf1ca28a7748124950d907578c79989dfa4cead5bfc1605de48b621606f916b49fdf7f779e1ff73d88c9fcea2301028de3473876a6487da076ada87ca6c46966501be61b145ae0a98b3241c7225d1bced68

이 대표 측은 "공공연한 공소 사실 유포 등 검찰 중심으로 보도되는 법조 취재 환경에 대한 지적이다"고 설명했습니다.

하지만 정작 판결 내린 판사에 대한 언급 없이 판결문을 보도하는 언론에게 그 화살을 돌리고 있다는 해석도 나옵니다.

https://n.news.naver.com/article/449/0000277523


이재명 "검찰의 애완견" 격앙에…챗GPT "6가지 오류" 콕 짚어


1ebec223e0dc2bae61abe9e74683706d2ca04983d3d0c8b5b4c8c41446088c8b30a214a7f9283886386bb19c97fd6bf2d52a59b46ba1a6442ad2

7ded8071b3826af13ce9e9e546831b6f2c4ee3aebc702e3209e173ae34382397c6af06eb094ed740586012aa360f3b6e97

'쌍방울 대북 송금' 의혹 사건으로 재판에 넘겨진 이화영 전 경기도 평화부지사가 1심에서 실형을 선고받자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표의 사법리스크가 재부각되고 있다.

15일 정치권에 따르면 공식 입장표명을 자제해오던 이 대표는 전날 자신의 무고함을 강하게 호소했다. 그는 '검찰의 애완견'이라는 원색적 표현을 동원하며 언론에 대한 강한 불신과 불만을 토로하기도 했다.

이 대표의 입장 표명에 대해선 속한 정당, 성향 등에 따라 평가가 극명하게 엇갈린다. 이와 별개로 오픈에이아이(AI) 생성형 인공지능인 챗지피티(ChatGPT)는 이 대표를 발언에서 6개의 '논리적 오류'를 지적해 눈길을 끈다.

​◇이재명 "진실 보도는커녕 마치 '검찰의 애완견'처럼 정보 받아서 왜곡하지 않냐"​

이 대표는 전날(14일) 서울중앙지법에서 열린 공직선거법 위반 혐의 재판에 출석하기 전 기자들에게 "진실 보도는커녕 마치 검찰의 애완견처럼 주는 정보를 받아서 열심히 왜곡 조작하고 있지 않느냐"고 지적했다.

이어 이 대표는 "조폭 출신으로 도박장 개설했다 처벌받고, 불법 대부업 운영하다 처벌받고, 주가조작 하다 처벌받은 부도덕한 사업가의 말이 맞겠나, (아니면) 국정원 기밀 보고서가 맞겠냐"면서 "언론이 조금이라도 관심을 가지면 어떻게 이런, 있을 수 없는 희대의 조작 사건이 가능하겠냐"라고 목소리를 높였다. 여기서 '부도덕한 사업가'는 김성태 전 쌍방울그룹 회장을 가리킨다.

그러면서 이 대표는 뉴스타파가 최근 연속해서 보도한 내용을 언급하며 "안부수 (아태평화교류협회) 회장에 대한 판결은 북한에 송금한 800만 불이 쌍방울 그룹에 대북사업 주가 부양을 위한 대북사업의 대가라고 판시하고 있다. 그런데 어떻게 같은 (수원지방) 법원이 판결한 이화영에 대한 판결은, 이렇게 판결하고 있으면 우리 언론에서는 이런 점이 왜 발생했는지 최소한 보도해야 하는데 이런 점에 대해서 지적을 안 한다"라고 강조했다.

이 대표는 다시 언론을 향해 "여기 계신 언론인 여러분이 매일 저한테 질문하지만 여러분이 하는 걸 되돌아보라"고 말한 뒤 "검찰이라고 하는 국가권력 기관이 사건을 조작하고 엉터리 정보 제공하면 그거 열심히 받아 쓰고 조작은 하지만, 그에 반하는 객관적인 사실이 나와도 여러분은 그에 대해서 전혀 관심 갖지 않는다. 왜 언론이 입법, 사법, 행정에 버금가는 제4부로 존중받고 보호받나. 여러분들이 진실을 보도하고 국가기관에 권력남용을 억제하는 순기능을 하기 때문에 헌법과 법률에 의해서 보호하고 존중하는 것"이라고 재차 지적했다.

​◇챗지피티 "잘못된 이분법·호소의 오류·인신공격 등 6가지 논리적 오류"​

하지만 이런 이 대표의 발언을 두고 '생성형 인공지능' 챗지피티는 △잘못된 이분법 △호소의 오류 △인신공격 △편향된 관찰 △권위에 호소 △일반화의 오류 등 6가지 오류가 있다는 분석을 내놓았다.

뉴스1이 민주당이 제공한 이 대표의 발언 전문을 챗지피티로 분석한 결과에 따르면, 안부수 회장에 대한 판결과 이번 이 전 부지사의 판결이 달랐다는 점을 지적하는 이 대표 발언에 대해 챗지피티는 '잘못된 이분법'을 가지며 발언했다고 지적했다.

챗지피티는 "해당 발언은 모든 재판이 항상 일관된 판결을 내려야 하는 것을 전제한다"며 "그러나 법원에서 다른 재판부가 다른 증거와 법리 해석을 통해 다른 결론을 내릴 수 있다는 점을 간과했다. 개인적인 상황을 잘못된 이분법으로 단순화하는 '논리적 오류'가 존재한다"고 분석했다.

언론을 겨냥한 '검찰의 애완견' 발언에 대해선 "호소의 오류가 존재 한다"며 "언론을 감정적으로 비난하며 논점을 흐리고 있으며 청중의 감정에 호소하여 논리적 결론 대신 감정적인 반응을 유도하는 것"이라고 설명했다.

김상일 정치평론가 역시 전날 YTN방송에 나와 이 대표의 발언을 두고 "과도한 일반화의 오류"라며 "언론을 비판하고 싶었다면 일부 언론, 일부 기자"라고 했어야 한다고 강조했다.

챗지피티는 언론이 뉴스타파의 보도를 인용하지 않고 침묵한다는 이 대표의 지적에 대해서는 "언론이 특정 사건에 대해 선택적으로 보도하고 있다는 주장"이라며 "그러나 이는 언론이 다양한 사건과 이슈를 다루는 현실을 무시하고, 특정 사건에 대해 보도하지 않는 것을 전체적인 침묵으로 일반화하는 오류다. 이는 편향된 관찰의 오류"라고 진단했다.

김성태 전 쌍방울 회장에 대한 '조폭' 언급은 "상대의 주장이나 증언의 진위를 검토하기보다는, 그의 과거 행동과 인격을 공격함으로써 그의 주장을 반박하려는 '인신 공격의 오류'를 범했다"며 "이는 주장 자체보다는 발언자의 인격에 초첨을 맞추는 논리적 오류"라고 꼬집었다.

국정원 문건을 증거로 내세운 것과 관련해선 "국정원 보고서라는 권위 있는 출처를 인용하여 주장의 당위성을 뒷받침하려는 시도"라며 "그러나 권위에 호소하는 것만으로는 주장의 진실성을 보장할 수 없으며, 다른 가능한 증거와 반대 의견을 고려하지 않는 오류"라고 짚었다.

한편 이 대표는 전날 공직선거법 재판을 마친 뒤 '안부수 회장의 판결과 이 전 부지사의 판결이 어떤 부분에서 구체적으로 다르냐'는 기자들의 질문에는 답하지 않았다.



이재명대표, 법정출석 발언


+. 해외 도피 강제 송환된 김성태 찬양하는희대의 판사 "신진우"!


국가정보원의 보고서 내용,
"북한의 정찰총국 간부 이호남이 대북 인도적 사업가에게 
주가조작 대금으로 일주일에 50억씩 받기로 했다"

"이런 국정원의 기밀 보고서가 맞겠느냐. 

 
 아니면 조폭 쩐주출신으로 도박장을 개설했다 처벌받고, 
불법 대부업을 운영하다 처벌받고, 주가조작을 하다 처벌받은 
부도덕한 사업가의 말이 맞겠느냐"


해외 도피까지해서 도피중 체포되어 강제 송환된 김성태를 찬양하는 희대의 판사 ■신진우"까지 나타났다.


공범인 안부수 아태평화교류협회 회장의 1심 재판부가 대북송금 사건을 "쌍방울이 주가 상승을 노리고 벌인 대북 사업'이라고 판결


"동일한 사건에 대해 동일한 법원의 다른 재판부가 
전혀 다른 판단을 해서 상반된 결론이 났다"


"친검 언론 여러분은 진실을 보도하기는커녕 마치 검찰의 애완견처럼 
주는 정보를 받아 열심히 왜곡·조작을 하고 있지 않으냐"


"이런 여러분이 왜 보호받아야 하느냐. 언론의 본연 역할을 벗어난 잘못된 태도들 때문에 이 나라의 민주주의가 훼손되고 
진실은 바닷속에 가라앉는다"


"언론이 조금이라도 관심을 가지면 어떻게 이런 일이 가능하겠느냐!? 왜 이런 점에 대해서 우리 언론들은 한 번도 지적하지 않느냐"


"쌍방울 대북송금, 희대의 조작사건으로 밝혀질 것"

- dc official App

안철수 "언론이 '검찰의 애완견'? 이재명 대표의 희대의 망언"


1ebec223e0dc2bae61abe9e74683706d2ca04983d3decfb1b6c5c40146069a9c6a86d76fd4b99774c1812031e83c2c30f14334

유승민 페북업 “이재명 대통령 되면 나라망해“


08eaf675b2856b8423ea80e7419c7018f3ebb7b4885ec9d1ba268b76f1b2be01042cad8225937c9b354340da5e9ae0dc06c2ab86


출처: 새로운보수당 갤러리 [원본 보기]

추천 비추천

247

고정닉 43

23

원본 첨부파일 34본문 이미지 다운로드

댓글 영역

전체 댓글 0
등록순정렬 기준선택
본문 보기

하단 갤러리 리스트 영역

왼쪽 컨텐츠 영역

갤러리 리스트 영역

갤러리 리스트
번호 제목 글쓴이 작성일 조회 추천
설문 사이버 렉카로 가장 피해 입은 것 같은 스타는? 운영자 24/07/22 - -
공지 실시간베스트 갤러리 이용 안내 [1956/2] 운영자 21.11.18 6372107 452
250318
썸네일
[싱갤] 싱글벙글 보수적인 여친 vs 개방적인 여친 .maṅhwa
[48]
라이딩시로코땀냄새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3:15 3920 14
250316
썸네일
[이갤] 비정상회담)노르웨이의 전통을 인정 못하는 캐나다인.jpg
[34]
감돌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3:05 1784 19
250314
썸네일
[유갤] 요즘 군대 근황.jpg
[139]
ㅇㅇ(146.70) 22:55 6734 82
250312
썸네일
[싱갤] 싱글벙글 오버워치 경쟁전하는 만화.manhwa
[47]
아싸아랑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2:45 6688 62
250310
썸네일
[새갤] 정성글) 운 좋은 정치군인? 명장? 더글라스 맥아더 이야기
[97]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2:35 3094 27
250308
썸네일
[주갤] PD수첩 훈령병 사망사건 모의실험 영상
[196]
ㅇㅇ(106.101) 22:25 7140 171
250306
썸네일
[싱갤] 싱글벙글 김.새우젓으로 유명한 광천에 대한 사실
[80]
ㅇㅇ(175.223) 22:15 11959 53
250302
썸네일
[기음] 요아정에서 토핑 다 넣고 아이돌보다 비싸게 시켜먹으면 생기는 일
[295]
ㅇㅇ(106.101) 21:55 16047 27
250300
썸네일
[헬갤] 여자 역도 국가대표 허벅지 ㄷㄷ
[284]
ㅇㅇ(185.114) 21:45 16532 160
250298
썸네일
[우갤] 진상대처하는 하수, 중수, 고수 차이.jpg
[134]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1:35 15722 100
250297
썸네일
[그갤] 열심히 그렸는데 아까워서 올려보는 삽화
[28]
Dragonbane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1:26 5098 44
250294
썸네일
[놀갤] 지금까지 가본 놀공 +타본 롤러코스터
[22]
놀갤러(220.120) 21:15 4342 30
250292
썸네일
[필갤] 두 달 동안 응어리 진 휠림의 맛을
[10]
박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1:05 4064 10
250290
썸네일
[싱갤] 싱글벙글 야구부 매니저가 나에게만 엄격한.manhwa
[113]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0:55 22088 136
250288
썸네일
[주갤] 생활비로 갈등을 겪는 부부 같이보자.jpg
[581]
태아령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0:45 21809 499
250286
썸네일
[야갤] 뽐뿌...티몬 미정산 5억 인증 ㄹㅇ...jpg
[1240]
Adida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0:35 38823 568
250282
썸네일
[싱갤] 싱글벙글 호저가시에 잔뜩 찔린 몽총이
[145]
수인갤러리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0:15 12647 128
250280
썸네일
[주갤] 외국인 와이프랑 결혼한 후에 파스타랑 친해지는중 ㅋㅋ
[511]
아미고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0:05 28517 607
250278
썸네일
[해갤] ■이강인, "한국은 중국 보다 위에 있고 훨씬 좋은 축구하는 팀…jpg■
[311]
ㅇㅇ(59.14) 19:55 22027 798
250276
썸네일
[야갤] 버거킹 티몬 쿠폰 이거머냐..jpg
[316]
ㅇㅇ(211.59) 19:45 32631 299
250274
썸네일
[싱갤] 뭉클뭉클..출근할때마다 목숨거는 사람들ㄷㄷ...jpg
[315]
이강우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9:35 19373 118
250273
썸네일
[대갤] 겁나는 게 없는 머스크... 시진핑을 대놓고 푸와 엮어 조롱
[223]
난징대파티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9:26 21120 278
250269
썸네일
[이갤] 30대 통풍 환자의 발상태.jpg
[587]
슈붕이(211.234) 19:15 31025 195
250266
썸네일
[주갤] 비 오자 알바생 우산 훔쳐간 '명품백 손님'
[208]
ㅇㅇ(106.101) 19:05 17547 105
250263
썸네일
[야갤] [속보] 샤카탁 측 요구사항을 공개 ㄷㄷ
[403]
ㅇㅇ(182.229) 18:55 21139 420
250261
썸네일
[싱갤] 실시간 티몬 쳐들어가서 테이블, 커피머신 가져온 사람..jpg
[496]
아린퍄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8:50 33435 286
250259
썸네일
[이갤] 천하랍 페북 업 "12사단 살인사건 진상조사 시작"
[147]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8:45 10493 294
250255
썸네일
[싱갤] 싱글벙글 싱붕이들의 마지막 희망 "AI" 8월 출시
[261]
ㅇㅇ(123.215) 18:35 31853 264
250253
썸네일
[이갤] 환승연애3 공상정, 운전 중 셀카 지적에 "어쩌라고" 욕설
[96]
ㅇㅇ(96.47) 18:30 11969 78
250251
썸네일
[무갤] 티몬, 위메프 직원들 퇴직금 못받는다
[396]
조선인의안락사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8:25 25346 127
250249
썸네일
[이갤] 동탄 화장실 성범죄 무고 50대 여성, 불구속 송치…"약 기운 때문"
[345]
고맙슘봐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8:20 21781 338
250247
썸네일
[싱갤] 훌쩍훌쩍 지잡대 똥군기
[378]
묘냥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8:15 23851 118
250245
썸네일
[선갤] 호숫가 땅바닥에 꼬라박아서 침몰한 배가 있다?
[57]
선갤러(118.235) 18:10 10570 43
250243
썸네일
[해갤] 문동주가 심하게 망한 이유....jpg
[98]
ㅇㅇ(119.69) 18:05 24858 281
250241
썸네일
[싱갤] 스압)싱글벙글 이해할수없는 밈짤=blursed 지구촌..jpg
[46]
ㅇㅇ(122.42) 18:00 10923 19
250239
썸네일
[카연] 어둠이 잠긴 우물을 찾아 떠나는 모험.manhwa
[28]
사자베기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7:55 6010 48
250235
썸네일
[크갤] [리뷰] [초장문, 스압주의] 주식회사 도선의 미국출장기 -2
[25]
도선의군주라쓰고노예라읽는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7:45 4363 11
250233
썸네일
[싱갤] 싱글벙글 조회수 586만 댓글 3800+ 쇼츠ㅋㅋ
[193]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7:40 22741 332
250231
썸네일
[대갤] 中 일류 명문대를 발칵 뒤집은 폭로... 지도교수가 성추행 및 협박까지
[231]
난징대파티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7:35 21421 184
250229
썸네일
[싱갤] 싱글벙글 짱깨 고구려 공정이 어이없는 이유
[755]
슬러시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7:30 18457 263
250227
썸네일
[전갤] 양준혁이 말하는 김도영.jpg
[81]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7:25 13461 239
250225
썸네일
[해갤] 해갤만화))『홍탐정 명보 』--국대 연쇄 안락사 사건 편--
[156]
ㅇㅇ(59.11) 17:20 12525 460
250223
썸네일
[싱갤] 투니버스 과한 검열로 피해를 본 애니메이션
[269]
Patronu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7:15 35609 278
250221
썸네일
[기갤] 강경준 상간남 위자료 소송 청구인낙 종결…불륜 의혹 끝내 못벗었다
[43]
긷갤러(146.70) 17:10 9095 11
250217
썸네일
[냥갤] ㅈㅇㄴㅇ) 공무원 괴롭히는 구걸구걸 스윗 캣대디의 일생
[88]
ㅇㅇ(211.234) 17:00 15764 121
250215
썸네일
[싱갤] 의외의외 한국남자들이 무서워하는 것.twitter
[724]
나이사나이사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6:55 34377 522
250211
썸네일
[싱갤] 싱글벙글 티몬 현황
[462]
치라치노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6:45 37340 239
250209
썸네일
[걸갤] @기사전문@ sm엔터 여론조작 유튜버 렉카섭외까지 검토,
[89]
걸갤러(223.39) 16:40 8859 160
250207
썸네일
[카연] 3분씩 보는 일본 전국시대 manhwa-4
[36]
은발고양이귀꼬마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6:35 8561 45
갤러리 내부 검색
제목+내용게시물 정렬 옵션

오른쪽 컨텐츠 영역

실시간 베스트

1/8

뉴스

디시미디어

디시이슈

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