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시인사이드 갤러리

갤러리 이슈박스, 최근방문 갤러리

갤러리 본문 영역

인도네시아모험 SE1-4 신기한 칼데라호

ㅇ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024.06.17 22:45:02
조회 9666 추천 21 댓글 26



2023년 5월 26일 일요일



viewimage.php?id=3abcdc2decdc3fb27cbec0b01a&no=24b0d769e1d32ca73de980fa11d02831e6e7be0ee814d24c60dd3fb982d6ba2a9a7a1dbcbc9416d09a6b92df48c690e881f00007d6186f8195eedc61af94c0285224eae0a4285921


일찍 일어났건만.. 일출이 생각만큼 멋지지 않아 시무룩...

갤럭시 A53으로 사진찍는데, 광량이 충분할때는 사진이 괜찮게 나오는데... 광량이 부족하면 사진이 잘 안찍힘

28


viewimage.php?id=3abcdc2decdc3fb27cbec0b01a&no=24b0d769e1d32ca73de980fa11d02831e6e7be0ee814d24c60dd3fb982d6ba2a9a7a1dbcbc9416d09a6b92df48c690e881f00007d6186f8195eedc61acc9c42f707cfb0e4b81039c


가루트에서 볼 수 있는 화산 중 제일 높은 Cikuray 산 (2818m). 날씨가 조금만 더 좋아져 줬으면 좋겠는데


viewimage.php?id=3abcdc2decdc3fb27cbec0b01a&no=24b0d769e1d32ca73de980fa11d02831e6e7be0ee814d24c60dd3fb982d6ba2a9a7a1dbcbc9416d09a6b92df48c690e881f00007d6186f8195eedc61fdc2c17effd76ad93c14375e


그리고 숙소에서 제공하는 왼쪽 거 따뜻한 물에 타서 아침으로 먹음. 이걸 차라고 해야하는지 뭐라고 해야하는지

저거 든든하고 꽤 맛있음. 사오려고 했는데 ... 까먹음.


viewimage.php?id=3abcdc2decdc3fb27cbec0b01a&no=24b0d769e1d32ca73de980fa11d02831e6e7be0ee814d24c60dd3fb982d6ba2a9a7a1dbcbc9416d09a6b92df48c690e881f00007d6186f8195eedc61ab97cc78381b5d01626d52e2


먹다보니 날씨가 좋아졌음. ㅇㅋㅇㅋ 날씨가 흐려지기 전에 잽싸게 움직이기로.

내 목적지는 Talaga Bodas 라는 칼데라호임.

뜻은 하얀 분화구. 반둥 근교에 있는 카와 푸티와 같은 의미임. 가루트의 탈라가보다스는 순다어, 카와푸티는 인도네시아어

(반둥 숙소에서 함께 담배타임을 가진 자카르타 화교아저씨가 알려준거)



viewimage.php?id=3abcdc2decdc3fb27cbec0b01a&no=24b0d769e1d32ca73de980fa11d02831e6e7be0ee814d24c60dd3fb982d6ba2a9a7a1dbcbc9416d09a6b92df48c690e8ec9c0508d9186c849de3de09c092972a3ff964c5dd0d5c1e3b


카와푸티는 이렇게 생김. 물 색깔이 밀키한 하늘색인 이유는 유황성분 때문.

몇번 앙꼿을 갈아타고 좀 걸어서 대중교통으로 접근할 수 있다고 함

내 목적지보다 조금 더 크고, 유황냄새도 숨막힐 정도로 더 진해서 오래 머물기 어려움.


주말 카와푸티는 사람이 넘쳐날 것 같아서... 캔디바 색깔 호수는 가루트에서 보기로 마음먹었음.

근데 가기가 좀 더 빡셈.


viewimage.php?id=3abcdc2decdc3fb27cbec0b01a&no=24b0d769e1d32ca73de980fa11d02831e6e7be0ee814d24c60dd3fb982d6ba2a9a7a1dbcbc9416d09a6b92df48c690e881f00007d6186f8195eedc61fb90c62858a14e8f6505eff8


짤에 나와 있는 두 길이 교차하는 곳에는 작은 마을이 있고, 거기까지는 대중교통이 다님.

하지만 마을에서 칼데라호로 가려면 오젝 (바이크 택시)을 잡고 꽤 긴 거리를 이동해야 함.

이렇게 대면으로 잡는 오젝은 특성상 부르는 게 값일 각이고....


거지여행 컨셉질하던 12월 베트남 같으면 저걸 도전했을텐데... 흐리고 비오는 날씨 떄문에 스트레스 받은 나는 조금 초조해짐

그래서 시간도 중요하니 그랩바이크를 부르기로 함. 근데 그랩 어플에 저 장소가 검색이 안됨 ㅠㅠ

호텔 스탭(그녀는 영어를 못했음)의 도움을 받아 그랩 불가 / 고젝 가능이라는 사실을 알게 되었고, 고젝을 깔아서 바이크를 호출하는데....


우와 1분도 안되어 바로 콜 잡힘. 호구왔능가 이런 느낌인듯

고젝이 거리비례로 자동 책정한 요금은 7만루피아였음.



viewimage.php?id=3abcdc2decdc3fb27cbec0b01a&no=24b0d769e1d32ca73de980fa11d02831e6e7be0ee814d24c60dd3fb982d6ba2a9a7a1dbcbc9416d09a6b92df48c690e8ec9c0508d9186c849de3de09c0c3c37c9a44c0ad0551452ae9


우아아아 날씨 완전 좋음. 3일 연속으로 비 맞다가 청명한 하늘을 보니 엄청나게 반가움.

출바아아아알.

바이크 뒤에 제일 오래 타 본게 방콕시내 -> 돈므앙 공항까지 40분이었는데, 이번에는 그 두배의 거리를 가게 됨 ㅋㅋㅋㅋ

응딩이야 미안하다....


고젝 기사의 이름은 앤디. 아 이거 듀오링고에서 본 이름인데

영어는 하지 못하고, 나이는 스물아홉, 결혼해서 아들하나 딸하나 있다고 함.


viewimage.php?id=3abcdc2decdc3fb27cbec0b01a&no=24b0d769e1d32ca73de980fa11d02831e6e7be0ee814d24c60dd3fb982d6ba2a9a7a1dbcbc9416d09a6b92df48c690e881f00007d6186f8195eedc61a9c39372119b51eb60dd41ce


바이크는 도시를 벗어나 시골길을 달리기 시작함.

호치민에서 처음으로 그랩바이크 탈때는 생명의 위협을 느꼈는데 이제 바이크 뒤에 타고 가며 사진도 찍을 수 있고, 카톡도 할 수 있게 됨 ㅋㅋ


여담으로 제일 위험하고 짜릿하다고 느낀건 태국 바이크 - 헬멧도 안주는데 미칠듯한 스피드로 질주함. 사고나면 그냥 이승 하직하는거임 ㅋㅋㅋ

베트남 바이크 타면 헬멧 주긴 하는데 그 헬멧이 플라스틱 바가지 수준. 사고나면 마찬가지로 이승 하직할 것 같음.

인도네시아 바이크는 상대적으로 좀 천천히 운전하는 편이고, 헬멧이 좀 더 두툼함. 사고나면 크게 다치겠지만 잘하면 죽지는 않을 것 같은....



viewimage.php?id=3abcdc2decdc3fb27cbec0b01a&no=24b0d769e1d32ca73de980fa11d02831e6e7be0ee814d24c60dd3fb982d6ba2a9a7a1dbcbc9416d09a6b92df48c690e8ec9c0508d9186c849de3de09c0c3cd2f65f2c8e6ba20344093


근데 조금 더 깊이 들어가니 길 상태가 이따위가 됨.

목적지를 나 스스로도 "캔디바 물색의 호수" 라고 인식하고 있는데... 사실 여기 해발 2200미터짜리 화산 정상임 -_- 백두산 천지보다 약간 낮은...


viewimage.php?id=3abcdc2decdc3fb27cbec0b01a&no=24b0d769e1d32ca73de980fa11d02831e6e7be0ee814d24c60dd3fb982d6ba2a9a7a1dbcbc9416d09a6b92df48c690e881f00007d6186f8195eedc61f9c4cd73cb3a770767c6aa00


누가 그랬는데, 주거지의 미관을 결정하는 요소중 하나가 건축 디자인의 통일성이라고. 시골 마을들 예쁨.


viewimage.php?id=3abcdc2decdc3fb27cbec0b01a&no=24b0d769e1d32ca73de980fa11d02831e6e7be0ee814d24c60dd3fb982d6ba2a9a7a1dbcbc9416d09a6b92df48c690e881f00007d6186f8195eedc61fac7c22aa7f650a3107adec2


고지대로 올라가니 청량한 초록색이 펼쳐짐. 근데 이거 좀 스리랑카의 느낌이...;;


viewimage.php?id=3abcdc2decdc3fb27cbec0b01a&no=24b0d769e1d32ca73de980fa11d02831e6e7be0ee814d24c60dd3fb982d6ba2a9a7a1dbcbc9416d09a6b92df48c690e881f00007d6186f8195eedc61fc90c37b3bca7f3b582b5880


위 짤은 스리랑카 립톤싯에서 찍은 홍차밭 사진.

지금 내가 달리고 있는 길에는 다른 작물이 자라고 있지만....

인도네시아 고지대에는 포토제닉한 홍차밭도 여기저기에 많음. 스리랑카 가본 새끼 입장에선 딱히 끌리진 않아서 Pass



viewimage.php?id=3abcdc2decdc3fb27cbec0b01a&no=24b0d769e1d32ca73de980fa11d02831e6e7be0ee814d24c60dd3fb982d6ba2a9a7a1dbcbc9416d09a6b92df48c690e881f00007d6186f8195eedc61a6c8cd2adf00289b8e7ed15d


근데 난 인도네시아는 태국이나 베트남보다는 스리랑카랑 더 비슷한것같음.

외국인 10배 룰 + 도착비자 삥뜯기 라는 공통점도... 스리랑카는 몇백원 *10배라서 그래도 대부분 몇천원 선에서 해결 가능한데 인니에선 몇만원씩 깨짐 ㅠㅠ


문화적으로 동북아시아의 영향을 덜 받았고, 다종교 다문화국가고, 사람들이 웃음이 많고 온화한 편이라는 점에서...

둘다 여행하기 좋은 나라들인데... 개인적으로는 흡연이 자유롭고 밥이 더 맛있는 (+ 육식 쉽게 할 수 있는) 인도네시아를 좀더 선호 ㅋㅋ


viewimage.php?id=3abcdc2decdc3fb27cbec0b01a&no=24b0d769e1d32ca73de980fa11d02831e6e7be0ee814d24c60dd3fb982d6ba2a9a7a1dbcbc9416d09a6b92df48c690e881f00007d6186f8195eedc61fd93932afbab9d51029762a7


엉덩이가 아파서 뷰 좋은 여기서 휴식타임을 가짐. 나는 사진찍고 돌아다니고, 기사양반 앤디는 근처 와룽에서 튀김을 사먹으며 나를 구경했음.

이쯤 올라오니 데이터가 안 터짐 ㅋㅋㅋ 번역기의 도움 못 받는.......;;


viewimage.php?id=3abcdc2decdc3fb27cbec0b01a&no=24b0d769e1d32ca73de980fa11d02831e6e7be0ee814d24c60dd3fb982d6ba2a9a7a1dbcbc9416d09a6b92df48c690e881f00007d6186f8195eedc61fdc8c77e0430179d7f8fcc2e


저기 보이는 뾰족한 산은 화산 아님. 인공적으로 건축 된 피라미드라는 주장이 있는데, 조사를 통해 증명된 것은 아니라고 ....

여기서 앤디와 목적지 도착 후 1시간 웨이팅 하고 + 다시 숙소로 데려다 달라고 딜함. 서로에게 이득이니



viewimage.php?id=3abcdc2decdc3fb27cbec0b01a&no=24b0d769e1d32ca73de980fa11d02831e6e7be0ee814d24c60dd3fb982d6ba2a9a7a1dbcbc9416d09a6b92df48c690e881f00007d6186f8195eedc61afc4907825a30c0272025080


전통 가옥이 보였는데... 용도는 불명.


viewimage.php?id=3abcdc2decdc3fb27cbec0b01a&no=24b0d769e1d32ca73de980fa11d02831e6e7be0ee814d24c60dd3fb982d6ba2a9a7a1dbcbc9416d09a6b92df48c690e881f00007d6186f8195eedc61aec8c27d2ddf523fcd4b5f97


탈라가 보다스 도착. 산 꼭대기지만 등산 0.

사진에 찍힌 사람은 기사양반 앤디. 앤디도 약간 관광객 모드가 되었는데... 내 폰카 화질이 조금 더 좋은 관계로, 내폰으로 사진찍어줌..

그리고 내려와서 고젝 채팅방으로 보내줬음. ㅋㅋ


외국인의 후기가 거의 없는 곳이라서... 입장료 * 10배 룰이 적용되지 않기를 기대했지만 얄짤 없이 15만 루피아 뜯김.


바이크 기사는 어째서인지 면제. 인니는 카드를 잘 받는 편이지만 시골 화산 입장료는 어째서인지 Cash Only 임.



viewimage.php?id=3abcdc2decdc3fb27cbec0b01a&no=24b0d769e1d32ca73de980fa11d02831e6e7be0ee814d24c60dd3fb982d6ba2a9a7a1dbcbc9416d09a6b92df48c690e8ec9c0508d9186c849de3de09c0c49079f69ba8c04d7217d2f4


일요일이지만 이른 오전이라 그런지 매우 한산했음.


viewimage.php?id=3abcdc2decdc3fb27cbec0b01a&no=24b0d769e1d32ca73de980fa11d02831e6e7be0ee814d24c60dd3fb982d6ba2a9a7a1dbcbc9416d09a6b92df48c690e881f00007d6186f8195eedc61a9c8c7731dceb91418a95caa


사방이 고요한 가운데 보는 비현실적인 풍경.

사진으로 보면 쁘띠쁘띠하게 예쁘다라는 인상인데, 실물은 웅장함.

사진엔 잘 나오지 않았지만 ... 곳곳의 작은 분화구에서 연기가 피어오르는 살아있는 화산임. 터지면 으앙 쥬금


viewimage.php?id=3abcdc2decdc3fb27cbec0b01a&no=24b0d769e1d32ca73de980fa11d02831e6e7be0ee814d24c60dd3fb982d6ba2a9a7a1dbcbc9416d09a6b92df48c690e881f00007d6186f8195eedc61a7c0c77eb9bd990263fc6231


물에 손대면 안되는 카와푸티와 다르게 이곳의 물은 만져봐도 됨. 따뜻하지는 않았음. 수영할 수 있는 건 아님...;

유황냄새는 은은하게 나는 정도... 숨막히거나 머리가 아픈 레벨은 아님. 당연하지만 물고기는 없음 ㅋㅋ


viewimage.php?id=3abcdc2decdc3fb27cbec0b01a&no=24b0d769e1d32ca73de980fa11d02831e6e7be0ee814d24c60dd3fb982d6ba2a9a7a1dbcbc9416d09a6b92df48c690e881f00007d6186f8195eedc61fd94c679a917f309ddbc3298


viewimage.php?id=3abcdc2decdc3fb27cbec0b01a&no=24b0d769e1d32ca73de980fa11d02831e6e7be0ee814d24c60dd3fb982d6ba2a9a7a1dbcbc9416d09a6b92df48c690e8ec9c0508d9186c849de3de09c09797793e4b0545ae8aa74ad1


viewimage.php?id=3abcdc2decdc3fb27cbec0b01a&no=24b0d769e1d32ca73de980fa11d02831e6e7be0ee814d24c60dd3fb982d6ba2a9a7a1dbcbc9416d09a6b92df48c690e881f00007d6186f8195eedc61fbc8cc7aa1bd790627548c0b


안개가 깔리자 분위기가 확 바뀜. 신비스러움 그 자체


viewimage.php?id=3abcdc2decdc3fb27cbec0b01a&no=24b0d769e1d32ca73de980fa11d02831e6e7be0ee814d24c60dd3fb982d6ba2a9a7a1dbcbc9416d09a6b92df48c690e881f00007d6186f8195eedc61acc3c67f6611567410ff180e


안개낀 숲의 비주얼도 멋지네... 야생원숭이도 봤음. 사진은 못찍음.


viewimage.php?id=3abcdc2decdc3fb27cbec0b01a&no=24b0d769e1d32ca73de980fa11d02831e6e7be0ee814d24c60dd3fb982d6ba2a9a7a1dbcbc9416d09a6b92df48c690e881f00007d6186f8195eedc61acc9cd7aa4d0d717bc39c770

공기가 그리 나쁘진 않아서 캠핑족들이 좀 있었음.


viewimage.php?id=3abcdc2decdc3fb27cbec0b01a&no=24b0d769e1d32ca73de980fa11d02831e6e7be0ee814d24c60dd3fb982d6ba2a9a7a1dbcbc9416d09a6b92df48c690e881f00007d6186f8195eedc61a890937a0e737d7a514e6e92


전망대는 돈 안받음.


viewimage.php?id=3abcdc2decdc3fb27cbec0b01a&no=24b0d769e1d32ca73de980fa11d02831e6e7be0ee814d24c60dd3fb982d6ba2a9a7a1dbcbc9416d09a6b92df48c690e881f00007d6186f8195eedc61a8c0942a6295324fd44091b6


카메라 렌즈에 다 들어가지 않는 사이즈


viewimage.php?id=3abcdc2decdc3fb27cbec0b01a&no=24b0d769e1d32ca73de980fa11d02831e6e7be0ee814d24c60dd3fb982d6ba2a9a7a1dbcbc9416d09a6b92df48c690e8ec9c0508d9186c849de3de09c090c329e29ab46a616929fe16


카와푸티의 물은 캔디바색 계곡으로 이어지는 것 같은데... 접근하는 길이 없어서 못내려가봄.

인니 4회차에는 계곡 한번 꼭 들르기로 ....


viewimage.php?id=3abcdc2decdc3fb27cbec0b01a&no=24b0d769e1d32ca73de980fa11d02831e6e7be0ee814d24c60dd3fb982d6ba2a9a7a1dbcbc9416d09a6b92df48c690e8ec9c0508d9186c849de3de09c0c3917b8da6ac668609a6017e


가족여행을 트럭타고 온 게 뭔가 이색적이었음


viewimage.php?id=3abcdc2decdc3fb27cbec0b01a&no=24b0d769e1d32ca73de980fa11d02831e6e7be0ee814d24c60dd3fb982d6ba2a9a7a1dbcbc9416d09a6b92df48c690e881f00007d6186f8195eedc61a8c3947931311cbe9ca6a1f5


걸어서 온천으로 가봄.


viewimage.php?id=3abcdc2decdc3fb27cbec0b01a&no=24b0d769e1d32ca73de980fa11d02831e6e7be0ee814d24c60dd3fb982d6ba2a9a7a1dbcbc9416d09a6b92df48c690e881f00007d6186f8195eedc61acc793791475ace65c87c63b


따로 요금을 받진 않음. 분위기 장난 아닌데.... 들어가진 않고 발만 담궈봤는데... 적당하게 따뜻함.


viewimage.php?id=3abcdc2decdc3fb27cbec0b01a&no=24b0d769e1d32ca73de980fa11d02831e6e7be0ee814d24c60dd3fb982d6ba2a9a7a1dbcbc9416d09a6b92df48c690e881f00007d6186f8195eedc61a9c6cc2ddbec6df3cab83d96


viewimage.php?id=3abcdc2decdc3fb27cbec0b01a&no=24b0d769e1d32ca73de980fa11d02831e6e7be0ee814d24c60dd3fb982d6ba2a9a7a1dbcbc9416d09a6b92df48c690e8ec9c0508d9186c849de3de09c095c52f4759db53a5b65621dc


한시간 알차게 사진찍고 멍때리고 하며 시간을 보냈음.


viewimage.php?id=3abcdc2decdc3fb27cbec0b01a&no=24b0d769e1d32ca73de980fa11d02831e6e7be0ee814d24c60dd3fb982d6ba2a9a7a1dbcbc9416d09a6b92df48c690e881f00007d6186f8195eedc61fdc0967df3713aee8d7b1782


느낌있는 빈집들.


viewimage.php?id=3abcdc2decdc3fb27cbec0b01a&no=24b0d769e1d32ca73de980fa11d02831e6e7be0ee814d24c60dd3fb982d6ba2a9a7a1dbcbc9416d09a6b92df48c690e881f00007d6186f8195eedc61a8c0c32e35bc957ed3a00338


viewimage.php?id=3abcdc2decdc3fb27cbec0b01a&no=24b0d769e1d32ca73de980fa11d02831e6e7be0ee814d24c60dd3fb982d6ba2a9a7a1dbcbc9416d09a6b92df48c690e881f00007d6186f8195eedc61fa909372cec9d96526df0900


돌아가는 길도 아름다웠으나... 엉덩이가 뒤지게 아팠음. 마지막 20분은 거의 고문 수준....

4시간가까이 수고해준 앤디가 요구한 금액은 30만 루피아.

나도 내심 그정도 비용으로 생각하고 있었음.

고젝이 측정한 거리대비요금 7만루피아 * 2 + 웨이팅 1시간 + 포장된 평지보다 훨씬 강한 노동 강도 감안하면....

(오토바이 뒷자리 타고 가는 거라 포장 안된 경사를 장시간 운전한 운전자의 고통을 함께 느낌-_-)


그보다 많이 부르면 깎고, 그보다 적게 부르면 팁으로 줄 생각이었는데.. 딱 30만을 부름.


viewimage.php?id=3abcdc2decdc3fb27cbec0b01a&no=24b0d769e1d32ca73de980fa11d02831e6e7be0ee814d24c60dd3fb982d6ba2a9a7a1dbcbc9416d09a6b92df48c690e881f00007d6186f8195eedc61fcc696780d5dc1dbd7d24409


날이 개니까 숙소 뷰도 좀더 아름다워짐.


viewimage.php?id=3abcdc2decdc3fb27cbec0b01a&no=24b0d769e1d32ca73de980fa11d02831e6e7be0ee814d24c60dd3fb982d6ba2a9a7a1dbcbc9416d09a6b92df48c690e8ec9c0508d9186c849de3de09c0c5c279dda313c93096f4936b


viewimage.php?id=3abcdc2decdc3fb27cbec0b01a&no=24b0d769e1d32ca73de980fa11d02831e6e7be0ee814d24c60dd3fb982d6ba2a9a7a1dbcbc9416d09a6b92df48c690e881f00007d6186f8195eedc61fe93c57b6c4b6211d149d089


점심은 숙소 근처 카페 겸 레스토랑으로. 커피가 2천원도 안하는데, 내리는 방식을 선택할 수 있음. 프렌치 프레스 선택.

서버가 영어로 어디서 왔냐고 물어봐서 대화했는데... 세븐틴 팬이었음. 근데 내가 세븐틴 멤버들을 모름 -_-

밥은 3천원 약간 안되는 가격임.



viewimage.php?id=3abcdc2decdc3fb27cbec0b01a&no=24b0d769e1d32ca73de980fa11d02831e6e7be0ee814d24c60dd3fb982d6ba2a9a7a1dbcbc9416d09a6b92df48c690e881f00007d6186f8195eedc61fdc8917bd527e5a3b8386d3b


샤워하고 산책을 나감. 아 내일 파판다얀 화산 어떻게 가지....

그러다 저 골목길에서 할아버지와 아저씨의 중간정도 나이대인 분과 말을 트게 됨.

한국에서 왔고, 가루트는 어제 도착했고, 탈라가보다스 가봤고... 직업은 뭐고 기타 등등 스몰톡을 하는데 (인니어+번역기)


내 이웃이 한국에서 일하고 싶어하는데 부를까? 라고 해서 ㅇㅋ 라고 함.

그리고 결혼한지 2년 된 신혼부부를 만나게 됨. 집이 개방적인 구조라 위험하지 않을 것 같아서 들어갔음.


아내 리한 23살, 무슬림 // 남편 요나 30살 - 이름에서 느껴지듯 카톨릭. 직장에서 만나서 연애결혼했다고 함.

종교 달라서 결혼하기 힘들지 않았냐고 물어봤는데 그렇지 않다고 함. 그리고 현재 남편은


한국에서 일하고 싶어하는 사람은 아내 쪽이었음.

나 사실 개도국 여행하며 이런 질문 꽤 받아봤었기 때문에 내 선에서 해줄 수 있는 답 알고 있음


- 산업인력공단 홈페이지 소개하기 + 한국어능력시험 합격과 나이 외의 특별한 자격요건이 존재하지 않으므로, 브로커를 통하지 말고 되도록 공식적인 기관에 문의하는 게 바람직함.


뭐 그러다가 내일 파판다얀 산 갈 생각이고 아마 오젝 섭외해야 할거다 라고 하니까,

남편쪽이 백수인 본인을 데려가라고 함. 그랩이나 고젝 바이커들보다 돈 적게 줘도 되고 주는 대로 받겠다고...


이 제안 받아들이는거 리스크 있는데


(1) 여기 외국관광객 아예 없는 곳

(2) 이 만남은 진짜 우연

(3) 사는 집 안에서 사진찍었으므로 집, 얼굴, 이름, 내 폰에 기록으로 남아있음.

(4) 외국인을 노리는 계획범죄면 영어는 알 것 같은데.. 셋다 영어 거의 못함.

이라는 정황상 위험하지 않을 것 같아서 + 직업 기사님들과 달리 등산에 동행하는 노역(?) 시키는게 가능할듯하여..

왓츠앱 교환하고... 약속 잡음.


이렇게 하여 아마추어 기사 겸 가이드와 함께하는 창의적인 방법으로 파판다얀산을 가게 됨 ㅋㅋㅋ



viewimage.php?id=3abcdc2decdc3fb27cbec0b01a&no=24b0d769e1d32ca73de980fa11d02831e6e7be0ee814d24c60dd3fb982d6ba2a9a7a1dbcbc9416d09a6b92df48c690e8ec9c0508d9186c849de3de09c093907938b4b58227d10990b8


한국인은 커녕 외국인 관광객도 안보이는 가루트의 마트에도 한국식품이 있음. 사실 한식당도 있음. 평점 좋음


viewimage.php?id=3abcdc2decdc3fb27cbec0b01a&no=24b0d769e1d32ca73de980fa11d02831e6e7be0ee814d24c60dd3fb982d6ba2a9a7a1dbcbc9416d09a6b92df48c690e8ec9c0508d9186c849de3de09c0c0917f6646dff94c26b277cf


내가 기름진것만 골라 처먹어서 그렇지 사실 나름 건강식도 많음.

메뉴와 함께 다양한 채소 왕창 제공해주는거 베트남 음식의 특징으로 알려져있는데... 태국이나 인니 가정식 식당들도 그렇게 메뉴 줌. 존나 극호임.


이 집 역시 손으로 먹어야 하는 집이지만... 생선은 난이도가 높으므로 숟가락과 포크 요청함.

식사메뉴 2천원대, 망고주스 천원대.



viewimage.php?id=3abcdc2decdc3fb27cbec0b01a&no=24b0d769e1d32ca73de980fa11d02831e6e7be0ee814d24c60dd3fb982d6ba2a9a7a1dbcbc9416d09a6b92df48c690e881f00007d6186f8195eedc61a9c0912e65987073c6ebfd06


야식은 안 건강한 튀김꼬치 냠냠.

인니인들은 술먹는 무슬림들이지만, 다른 나라보다 술 구하기가 살짝 어렵고 비싸고... 

게다가 여행 떠나기 직전에 술에 거하게 데었기 때문에 콜라랑 먹음 ㅋㅋㅋ



다음편으로




출처: 배낭여행 갤러리 [원본 보기]

추천 비추천

21

고정닉 8

2

댓글 영역

전체 댓글 0
등록순정렬 기준선택
본문 보기

하단 갤러리 리스트 영역

왼쪽 컨텐츠 영역

갤러리 리스트 영역

갤러리 리스트
번호 제목 글쓴이 작성일 조회 추천
설문 흡연때문에 이미지 타격 입은 것 같은 스타는? 운영자 24/07/15 - -
공지 실시간베스트 갤러리 이용 안내 [1923/2] 운영자 21.11.18 6298239 452
249175
썸네일
[싱갤] 호연갤러리 극딜모음ㄷㄷㄷㄷㄷㄷ.jpg
[30]
Slayer666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0:35 3966 31
249173
썸네일
[군갤] 러시아가 80년전 히틀러에 대한 암살시도 문건을 기밀해제
[25]
KC-46A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0:25 4018 31
249171
썸네일
[두갤] 오늘자 잠실 우천 취소 개지랄 정리.gif
[114]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0:15 9273 334
249169
썸네일
[이갤] 꺾기 애드리브 한번당 15만원 준다고하니 무한 꺾기 시전하는 환희
[22]
감돌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0:05 3054 17
249167
썸네일
[싱갤] 싱글벙글 선수시절 내내 부상에 시달린 레전드
[59]
ㅇㅇ(175.196) 07.20 12354 119
249165
썸네일
[카연] 쨀까 말까 게임
[46]
sgtHwang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0 5293 94
249163
썸네일
[야갤] 강한 남성이 다시 시대의 주도권을 잡아야 하는 이유...jpg
[287]
앤드류테이트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0 7743 155
249159
썸네일
[보갤] 역대급 벅어운 ㅅㄲ 발견 ㅋㅋㅋㅋㅋㅋㅋ.jpg
[407]
ㅇㅇ(37.19) 07.20 20919 335
249157
썸네일
[야갤] 바카라로 돈 따서...리니지 현질한 고딩 ㄹㅇ...jpg
[153]
Adida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0 14643 269
249155
썸네일
[싱갤] 싱글벙글 한문철 레전드 2
[149]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0 7230 97
249153
썸네일
[대갤] 대만 사이트에 올라온 한국인 코스어
[160]
대갤러(222.121) 07.20 17233 60
249151
썸네일
[디갤] [WEBP] 50.8S만 들고 나간 카페스냅
[13]
ND4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0 2392 10
249149
썸네일
[싱갤] 중국의 남성향 이혼드라마 ㄷㄷㄷ
[278]
ㅇㅇ(210.216) 07.20 16243 273
249147
썸네일
[메갤] 아프리칸 사무라이 작가 영상에 달린 댓글
[104]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0 10252 68
249145
썸네일
[카연] (ㅇㅎ) 갑자기 내린 장맛비를 잠시 피하는. manhwa
[40]
새만화금고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0 11860 96
249143
썸네일
[싱갤] 오해오해 숏컷의 세계.jpg
[239]
ㅇㅇ(14.53) 07.20 25185 253
249141
썸네일
[이갤] 추성훈에게 엄청난 굴욕을 안겨준 사건...gif
[203]
leeloo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0 15000 115
249139
썸네일
[미갤] 이렇게까지 알려줄 의리는 없다만
[153]
sqqq 8.3(120.142) 07.20 21289 236
249135
썸네일
[야갤] 화장실 큰건 못가는 카페..
[364]
야갤러(223.62) 07.20 22950 252
249133
썸네일
[싱갤] 희대의 거품 폰 노이만의 실체..JPG
[493]
방파제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0 27384 230
249131
썸네일
[야갤] 남자가 반드시 해야할 수술.JPG
[596/2]
코브라카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0 36255 460
249129
썸네일
[제갤] 변희재조차 파악한 정세를 사람들은 아직도 모름
[303]
ㅇㅇ(212.102) 07.20 11083 133
249127
썸네일
[스갤] 스마트폰 포랜식에 관한 이야기 (최신판)
[111]
ㅇㅇ(169.150) 07.20 10334 73
249125
썸네일
[싱갤] 훌쩍훌쩍 만화작가 재능차이 ....jpg
[516]
ㅇㅇ(125.189) 07.20 43850 458
249123
썸네일
[싱갤] 훌쩍훌쩍 사진 하나로 나락간 해외 유튜버
[168]
rtO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0 36260 309
249121
썸네일
[무갤] 노인 최저임금 차등 적용으로 노인 문제 해결 고려하자는 기사
[276]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0 10448 53
249119
썸네일
[싱갤] 딸깍딸깍 개고기집 새로운 프로젝트 근황
[262]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0 20107 88
249117
썸네일
[야갤] 90년대 해병대 훈련.JPG
[509]
멸공의길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0 32317 354
249115
썸네일
[도갤] 세계의 유명 도시해변(Urban beach) 20곳
[62]
NY런던파리(59.16) 07.20 5900 42
249111
썸네일
[싱갤] 건강건강 건강에 좋은 낫또
[359]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0 14283 94
249109
썸네일
[싱갤] 싱글벙글 한국에서 코성형받은 일녀
[123]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0 23101 80
249107
썸네일
[야갤] 키가 작다고 불평하면 안되는 이유...jpg
[332]
앤드류테이트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0 19327 107
249105
썸네일
[이갤] 역대 수학자 순수재능 TOP 15..JPG
[241]
이시라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0 13752 47
249103
썸네일
[싱갤] 싱글벙글...팡야가 망한이유..jpg
[189]
아린퍄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0 21521 110
249101
썸네일
[디갤] 마포 고봉밥 (18장
[30]
데코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0 3908 10
249099
썸네일
[싱갤] 싱글벙글 남자 168은 작은 키인가요?
[613]
ㅇㅇ(211.241) 07.20 21094 166
249098
썸네일
[새갤] 밖에선 몸싸움, 안에선 말싸움…청문회 첫날부터 '아수라장'
[90]
정치마갤용계정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0 9069 35
249096
썸네일
[미갤] 머스크 뒤통수 친 트럼프…머스크는 꿀 먹은 벙어리
[199]
ㅇㅇ(151.236) 07.20 20227 176
249092
썸네일
[M갤] 2024시즌 병프 미드시즌 리뷰
[27]
T.Lincecum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0 5653 77
249090
썸네일
[카연] 진호의 순수한 연애몽마들 14화
[63]
pota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0 6669 87
249088
썸네일
[싱갤] 싱글벙글 미국의 9월 금리가 중요한 이유(씹스압)
[138]
카후(220.88) 07.20 12799 82
249086
썸네일
[이갤] 늦은 나이에 나타나 엄청난 재능을 발휘한 피자 장인의 정체
[165]
감돌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0 22415 130
249084
썸네일
[야갤] 한일전 대승리?? 세계 최초 치킨 월드컵
[207]
옌우응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0 15444 93
249082
썸네일
[싱갤] 싱글벙글 가난한데 애낳으면 병신인 이유
[944]
ㅇㅇ(210.104) 07.20 34193 593
249080
썸네일
[무갤] 음주운전 저지르고 무죄 받는 파훼법 등장한 나거한 근황
[210]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0 16431 238
249078
썸네일
[싱갤] 신곡 반응 망한 조현아 근황
[177]
무스탕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0 25355 61
249076
썸네일
[주갤] 한국여자를 CPR해주면 안되는 이유 jpg
[787]
주갤러(124.51) 07.20 32928 946
249074
썸네일
[메갤] 일본인은 차별을 당하지 않는www
[292]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0 16193 271
249070
썸네일
[싱갤] 싱글벙글 스님들이 군대가서 고기반찬을 만나면
[217]
에지오아디토레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0 18280 77
갤러리 내부 검색
제목+내용게시물 정렬 옵션

오른쪽 컨텐츠 영역

실시간 베스트

1/8

뉴스

디시미디어

디시이슈

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