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시인사이드 갤러리

갤러리 이슈박스, 최근방문 갤러리

갤러리 본문 영역

300회 헌혈(헌혈의 집-노량진역 센터)앱에서 작성

Trima_Accel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024.06.18 09:10:02
조회 8261 추천 102 댓글 192

드디어 300회 헌혈을 하러 헌혈의 집 노량진역 센터로 향했다.

지하철 1,9호선 노량진역 4번 출구로 나온 다음, 등을 지고 왼쪽으로 걸어가다보면 오른쪽에 큰 건물이 하나 나오는데 그 건물 4층에 헌혈의 집이 위치해 있음.

7fed8272b58469f151ee84e744807d73b46cda7641db7d3987c499f8f77f7705


헌혈의 집 노량진역 센터가 위치해 있는 건물.

7fed8272b58469f051ee82e444807c73377b3e01f21d77afc293d1291f9086a2

7fed8272b58469f151ee84e740807073d09f76c10dcfcf1d6e4caa8a0a3a80f9


헌혈의 집 간판 아래에 위치한 창 안쪽에는 카페가 있으니 혹시라도 헌혈의 집이 있는지 착각하지 않도록 주의해!

7fed8272b58469f051ee81e0468572736b59e3bdb6c093dd59293d582070cc41


헌혈의 집은 건물 4층에 있음.

7fed8272b58469f051ee81e14e817d735d01d220b899b66a343fb4beda8777ad


사진상 멀리 보이는 건, 지하철 9호선 노량진역 4번 출구를 알리는 팻말임.

7fed8272b58469f051ee81e14f817773de9095fb2bd4016b582afbf756d14a2b


건물 입구.

7fed8272b58469f051ee82e444857c73d6f28c879c04c678f3bef755d0f2f20f

7fed8272b58469f051ee82e445857473ab60486f3b24d98f41dccb8ceee91ad1


엘리베이터를 타고 4층으로 이동.

7fed8272b58469f051ee81e140857473eb15328d55c965a13a9370d7006ffa0c


나중에 헌혈을 마치고 건물 입구로 내려올 때, 1층이 아닌 B2층을 누르고 내려와야 하니 메모해 둘 것!

7fed8272b58469f051ee81e145807c73aa713bf0e1d8d4187ec1afc89ed1983f

7fed8272b58469f051ee81e64181717301df343a2d3bf7c366836b159aa40ab7

7fed8272b58469f051ee81e6428171733ddee671d18426b1683290a567304671


이전 개소한 센터여서 내부 공간이 엄청 넓고 쾌적했음.

게다가 뷰 맛집이어서 헌혈을 마치고 난 다음, 창 밖으로 보이는 63빌딩과 지하철이 지나가는 모습이 너무 아름답고 멋졌다.

7fed8272b58469f051ee83e14e80737396a43fa8a2652c9f6eb9d371da0b4037


입구에 있는 기계의 화면을 터치하면 번호표를 받을 수 있다. 전자문진은, 레드커넥트 앱 혹은 현장에 있는 컴퓨터로 진행하면 된다.

7fed8272b58469f051ee80e5478170731a073896eae6c677fb403dc09c21e5c5

7fed8272b58469f051ed87e147817073cd5c03280916e85188150572a6f6eadc

7fed8272b58469f051ee83e1418475735b4431272ea150915740b1aef4a5391a

7fed8272b58469f051ee81e74584717395093808cdc7785f6d920445fd1c533c


문진실은 총 2개가 운영 중이다.

7fed8272b58469f151ee84e14e827473a07f253efd420e18cd21924e3674d24d

7fed8272b58469f051ee80e440827773681efcc2cea2510d11fd13408a40724c

7fed8272b58469f051ee83e1408275737e010c5916be0e501036c68086aa7470


정수기를 사용할 때, 버튼을 한 번만 짧게 누르면, 잠시 후, 물이 연속적으로 나오는데, 내가 마시고 싶은 양이 종이컵에 어느 정도 찼을 때, 버튼을 다시 짧게 누르면 나오던 물이 멈춘다.(정수기 사용법을 미리 숙지하는 게 좋음)

7fed8272b58469f051ee80e7438377735bbd1fdb5c01d3d4a0fbd771f8d04998


휴대폰 충전기와 오리온 초코파이가 구비되어 있으며, 바깥으로 보이는 63빌딩이 너무 아름답다.

7fed8272b58469f051ee83e143807073c4a93ce514850702cd97f7d73d643ff7

7fed8272b58469f051ee80e444847673a984ffa0cba032957093b1ba87b7e1b0


이 쪽 창문에서 바라보는 63빌딩과 맑은 하늘, 그리고 지하철 승강장은, 최고의 뷰라고 생각한다.

7fed8272b58469f051ed86e04f807c73360bf4856d83e9c5cedd8e6176f20eaf

7fed8272b58469f051ee80e54480707337ed3b6b66b229716fed76bab1c5230b

7fed8272b58469f051ee80e443847d7373cbdcbda3aa566ed359e3953700bed0

7fed8272b58469f051ee80e44e837373cc10de669af5efb2f73cb6a27d0757c9

7fed8272b58469f051ee80e44e8172736e026fd347ca4afa9cde3157c600f338

7fed8272b58469f051ee80e44f8372734d0094d821f26af3a335f15d6fff06a1

7fed8272b58469f051ee82e440827273aca36e2a6f912265d0742a0a966bb07b


원래 낮 12시에 예약을 했는데, 간호사 선생님께서 300회 헌혈 팻말을 다른 센터에서 공수를 해 와야 한다고 하셔서, 2시간 늦은 낮 2시에 방문을 했다.

2시에는 다른 예약자 분들이 계셔서 꽤 기다려야 할 수도 있다는 말씀을 해 주셨는데, 현장에 도착했을 때에는, 헌혈자 분들이 많지 않아서 대기를 안 하고 헌혈을 곧바로 진행할 수 있었다.

7fed8272b58469f051ed87e54e807773110104f6a2eb217853af38b71c9e11bf


300회 헌혈도 평소와 마찬가지로 다종성분헌혈을 선택했고, 기계는 트리마로 진행을 했다.

7fed8272b58469f051ee80e4448074737ba90779ea87cc3c1d383c8e0a4614cf


헤모글로빈 - 14.2
혈소판 - 215

생각보다는 나쁘지 않은 수치였다.

7fed8272b58469f151ee84e042807073cf9437dbb272973a45ae70694028a925


지금까지 한마음 혈액원 헌혈 카페를 비롯하여 대한적십자사 헌혈의 집의 다양한 센터들을 방문했었는데, 이번에 방문한 노량진역 센터의 화장실이 가장 깨끗하게 관리되고 있어서 엄청 만족스러웠다.

남자 화장실은, 양변기, 소변기가 각각 1대씩 비치되어 있으며, 무엇보다 세면대가 꽤 넓어서 물을 세게 틀어 놓아도 바깥으로 물이 튀지 않는다는 점이 가장 마음에 들었다.

뷰 맛집 플러스 화장실 맛집이니, 한번 즈음은 꼭 방문해 보는 걸 강력 추천한다! 

7fed8272b58469f051ee82e64e81747373da62493e5a81cf124910ce5b9c2902

7fed8272b58469f051ed87e440817173a5e261e7fe3059fbe11cc7a5eceea0bf

7fed8272b58469f051ed87e442837c7339afb81c02a73becfc19281f96e8d8ec


채혈 기기: 트리마(구형)
헌혈 종류: 다종성분헌혈

예상 소요시간: 49분
실제 소요시간: 54분


300회 헌혈을 의미있게 하기 위해서, 지정헌혈로 진행을 했으며, 기념품은 기부권을 선택했다.

7fed8272b58469f051ed87e447817d73661be5efcbf0cfa8ed5532e3f424d8a1

7fed8272b58469f151ee84e5408471734d66c41ca34df00fb128b7784c350965

7fed8272b58469f051ed87e444807173762ad9662a91e3f56a3910acbc2ac127


오랜만에 사진 촬영을 해서 그런지 얼굴 표정이 조금 굳은 것 같아서 조금 아쉬웠음.

7fed8272b58469f051ed87e4418374737b14533aca55debefcd9c14d3c0c2a52


바늘이 들어간 다음, 다시 제거할 때, 통증이 조금 있어서, 헌혈을 마치고 난 후, 아이스팩을 5~6분 정도 채혈 부위에 대고 지혈을 했다.

7fed8272b58469f051ed87e44f807273560b33c20b01301ce12d469a884b49a7


간호사 선생님께서 아이스팩을 추가로 증정해 주셨으며, 기념품으로는, 오메가 3 영양제, 뮤지컬 관람권 2장을 받았고, 간식은 빠다코코낫이다.

7fed8272b58469f051ee8ee141807375fb88a94b7f930dc8d0692d4b1423fa70ffa2dd

7fed8272b58469f051ee8ee143847273796c3e9c4c60511f063c64f672612112

7fed8272b58469f051ee8ee44583717372895de5b98c5fd03ad53cf89f67e012

7fed8272b58469f051ee8ee44081707323a3cd45d6641435f45fc45589c15c7a

7fed8272b58469f051ee8ee44584767308fef091481e505570469e8162911f38

7fed8272b58469f051ee8ee445847373113223ef5533bd6515247d8022a077cd

7fed8272b58469f051ee8ee44e807073ec1e783bd75e326321d1a694e19bd35f


헌혈을 마치고 방문한 <춘향이 추어탕>.

사장님께서 혼자 음식을 만들고 계셔서 영업시간이 살짝 불규칙하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추어탕과 밑반찬으로 나온 김치, 무말랭이 무침이 역대급으로 맛있어서 깜짝 놀랐다.

개인적으로, 태어나서 지금까지 먹어 본 추어탕 중에서 가장 맛있었다. 기회가 된다면, 노량진역 센터에서 헌혈을 하고 난 다음, 식사를 위해 방문해 보는 걸 강력 추천한다.

1ebec223e0dc2bae61abe9e74683706d2ca04a83d1d5cab2b4c7c40c460e9e912058d3c43d8e82be8e344b3f37a92ef84aa9c16a

1ebec223e0dc2bae61abe9e74683706d2ca04a83d1d5cbbab3c0b52d5702bfa009c83a59772b54fc1d92


고등학교 3학년 때, 서대문역 인근, 적십자 병원 앞에 위치해 있었던 헌혈의 집에서 첫 헌혈을 했었던 게 엊그제 같은데 벌써 300회 헌혈을 하게 되다니, 세월이 참 빨리 흐르는 것 같다는 생각이 든다.

지금까지 몸 건강히 헌혈을 할 수 있게 잘 버텨준 나 자신에게 칭찬을 해 주고 싶다. 앞으로도, 건강이 허락하는 한 헌혈을 꾸준히 이어나가고 싶다.

- dc official App


출처: 헌혈 갤러리 [원본 보기]

추천 비추천

102

고정닉 22

48

댓글 영역

전체 댓글 0
등록순정렬 기준선택
본문 보기

하단 갤러리 리스트 영역

왼쪽 컨텐츠 영역

갤러리 리스트 영역

갤러리 리스트
번호 제목 글쓴이 작성일 조회 추천
설문 이혼하고 나서 더 잘 사는 것 같은 스타는? 운영자 24/07/08 - -
공지 실시간베스트 갤러리 이용 안내 [1852/2] 운영자 21.11.18 6164956 448
247039
썸네일
[싱갤] 런닝맨런닝맨 연애할 때 수갑이 필요하다는 야소민....jpg
[9]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40 4382 19
247037
썸네일
[유갤] 남편 장례식에서 종교 대통합을 이뤘던 선우용여 ㅋㅋㅋㅋㅋ
[13]
ㅇㅇ(155.94) 08:30 939 13
247033
썸네일
[최갤] 오늘자 대학야구 소식(인하대 feat.문교원씨)
[19]
몬붕이(59.26) 08:10 3023 76
247031
썸네일
[싱갤] 싱글벙글 다시 보는 구제역 레전드.jpg
[154]
q'^'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00 22048 194
247029
썸네일
[치갤] 강퀴가 설명하는 찐따 특징.jpg
[194]
ㅇㅇ(121.135) 07:50 16995 112
247027
썸네일
[카연] 푸른곰팡 다이어트 썰만화 0화1화 (다시그림)
[39]
푸른곰팡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40 2577 19
247025
썸네일
[싱갤] 싱글벙글 조주빈 42년.....형량 체감......jpg
[205]
ㅇㅇ(39.116) 07:30 9883 108
247023
썸네일
[힙갤] 빌스택스 인터뷰에서 한 말 진짜 명언인듯(장문주의)
[274]
힙합전사김성우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0 14613 247
247021
썸네일
[야갤] 한국에서 결국 타락해버린 미슐랭 스타 이탈리안 셰프
[85]
ㅇㅇ(106.101) 07:10 8390 61
247019
썸네일
[싱갤] 싱글벙글 삼성이 애플 짭이라고 판결이 나온 이유
[220]
지구촌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00 8850 87
247011
썸네일
[인갤] 몇몇 국산 스팀게임 리뷰
[146]
ㅇㅇ(175.116) 01:25 19814 52
247009
썸네일
[필갤] 호이안, 250D
[14]
gakugo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15 7487 11
247007
썸네일
[야갤] 일본 지하아이돌의 빈곤한 생활.jpg
[257]
야갤러(143.244) 01:05 29586 93
247005
썸네일
[싱갤] 공연장에서 박명수가 바다의 왕자 부르니 싸늘해진 20대
[372]
무스탕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0:55 44655 287
247003
썸네일
[카연] 먹어는 봤어도 알지는 못했던 음식 인문학 만화 #4. 파스타(3)
[56]
리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0:45 16989 77
247001
썸네일
[남갤] 남미새였다가 쯔양 사건 보고 남혐됐다는 판녀
[642]
ㅇㅇ(118.235) 00:35 43571 1274
246995
썸네일
[기음] 큰일났다는 제주도 꽃게 근황
[237]
ㅇㅇ(84.17) 00:05 27584 177
246993
썸네일
[싱갤] 싱글벙글 녹취본 유출된거에서 쯔양보다 궁금한거
[208]
ㅇㅇ(118.32) 07.12 30937 212
246991
썸네일
[일갤] 스티브 바이 기타 도난사건
[58]
우효교장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12 12980 42
246989
썸네일
[싱갤] 상하이 2030 중국여자들의 결혼조건
[497]
ㅇㅇ(118.218) 07.12 50098 242
246987
썸네일
[싱갤] 싱글벙글 르노코리아가 망하면 벌어지게 될 일
[618]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12 35008 562
246985
썸네일
[유갤] 하고싶은 말 솔직하게 말하면 꼰대라고 해서 억울한 꼰대들?!
[295]
ㅇㅇ(68.235) 07.12 22713 74
246981
썸네일
[야갤] 블라) 남편이 서운해 할까요?
[171]
야갤러(212.102) 07.12 25375 73
246979
썸네일
[싱갤] 훌쩍훌쩍 그 시절 쯔양이 당한 댓글테러
[338]
차단예정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12 38590 269
246977
썸네일
[해갤] 월드컵 출전이 절실해야되는 이유.....jpg
[211]
ㅇㅇ(211.234) 07.12 26198 332
246975
썸네일
[싱갤] 싱글벙글 스시녀 타령하는 도태남 환상 박살내는 갓본누나
[926/2]
노무땅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12 33544 347
246973
썸네일
[잇갤] 고소고소 견과류의 세계 (3) 음식으로서의 견과류 - 협과, 삭과 등
[76]
에스프리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12 9247 40
246971
썸네일
[카연] 30일 후 함락되는 여검사 11화 [10일의 여정]
[38]
붕어붕어빵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12 12912 90
246969
썸네일
[싱갤] CU에서 두바이 초콜릿을 먼저 내놓을 수 있던 이유
[449]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12 41692 280
246967
썸네일
[F갤] 오늘 할 일을 90년 뒤로 미루자
[86]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12 21654 147
246965
썸네일
[이갤] 직원 바쁜 틈타 '먹튀'한 모자
[216]
ㅇㅇ(106.101) 07.12 22645 74
246964
썸네일
[야갤] 인천의 한 중학교에 들어온 행정소송..jpg
[362]
감돌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12 31027 499
246961
썸네일
[대갤] 양심털린 일본, 참치 어획량 늘리자고 주장... 멸종의 주범이 적반하장
[499]
난징대파티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12 19408 291
246957
썸네일
[싱갤] 걱정걱정 미쳐가는 수도권 부동산(씹스압)
[377]
부동산싱붕(220.88) 07.12 22093 75
246955
썸네일
[유갤] 얼마나 야한지 궁금해서 찾아가봤다는 호주 와플 가게
[262]
ㅇㅇ(185.206) 07.12 50930 204
246953
썸네일
[싱갤] 싱글벙글 일본 파칭코 근황
[379]
Unjisang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12 36463 212
246951
썸네일
[야갤] ㅇㅎ) 미국에서도 이렇게 냅다 꽂진 않아요
[154]
야갤러(211.234) 07.12 36279 64
246949
썸네일
[S갤] [대회] 민희PC도 참가 간응하다구 해쬬? 자작 미미피씨 케이시 제작
[76]
CAD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12 10806 66
246947
썸네일
[싱갤] 싱글벙글 ㅈ소고양이(좋았쓰!!)만화모음 16.manwha
[140]
까뫄기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12 25806 275
246945
썸네일
[이갤] 전소연이 만들어주는 케챱밥 먹은 이영지 반응.jpg
[304]
ㅇㅇ(59.9) 07.12 24470 54
246943
썸네일
[해갤] 윤버지 미국 현지 반응 ㄷㄷ
[711]
ㅇㅇ(119.198) 07.12 38041 588
246941
썸네일
[싱갤] 싱글벙글...자취생 여름꿀팁 떴다..jpg
[421]
아린퍄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12 37800 87
246939
썸네일
[부갤] 화가 잔뜩난 국립대 교수 , 한국이 가장 크게 다칠 겁니다
[777]
응우옌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12 33627 429
246935
썸네일
[기갤] 초등생 아들 반 친구 성폭행하고 성착취물 200개 만든 40대 징역 8년
[658]
ㅇㅇ(59.9) 07.12 37190 187
246933
썸네일
[싱갤] 싱글벙글 실베간 이터널리턴 해명문.jpg
[363]
sakuri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12 31337 314
246932
썸네일
[싱갤] 싱글벙글 파리올림픽 최대 후원사 LVMH
[274]
포만한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12 21071 141
246930
썸네일
[주갤] 아내의 외도를 의심하는 남편.jpg
[427]
태아령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12 38817 630
246929
썸네일
[야갤] 허경영 금일 경찰 조사 받아 ..jpg
[104]
ㅇㅇ(211.234) 07.12 17682 127
246927
썸네일
[싱갤] 싱글벙글 그 사건 근황
[346]
ㅇㅇ(119.63) 07.12 52082 605
갤러리 내부 검색
제목+내용게시물 정렬 옵션

오른쪽 컨텐츠 영역

실시간 베스트

1/8

뉴스

디시미디어

디시이슈

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