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시인사이드 갤러리

갤러리 이슈박스, 최근방문 갤러리

갤러리 본문 영역

부산 지하철 객실 안내기 이야기-2편(1호선 91년식 전동차의 안내기)앱에서 작성

카마엘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024.06.22 07:00:02
조회 10682 추천 25 댓글 46

[시리즈] 부산 지하철 객실 안내기 이야기
· 부산 지하철 객실 안내기 이야기-1편(1호선 안내기)

이 글 역시 1편에 이어 유동 시절의 게시글 내용을 재탕한 내용.
저번 글과 마찬가지로 그 시절 글에서 약간의 내용을 추가하여 작성하였음.

암튼, 저번 글의 내용을 간단하게 요약하자면, 지금은 다대선 개통에 따라 다 교체되었지만, 부산 1호선 구형 전동차엔 두 종류의 안내기가 있었음.

7ced887eb58a6af03bea87e058db343a02b66041a0214e38a6e602

7ced887eb58a6af03bea87e358db343a183b086041f81c8a2c1e53

바로 사진에 보이는 LED 단독 안내기와 LCD-LED 혼합 안내기였는데, 이 중 전자가 90년대 후기 도입분 전동차에 출고 당시부터 기본적으로 장착되던 것이고, 후자가 80년대 초기 도입분과 93년(패찰 기준) 증량분에 2000년대 초반 경 새로 장착했던 것임.

그런데 1991년산 전동차는 전자의 안내기가 달린 차도 있었고(32/35/36편성), 또 후자의 안내기가 달린 차량(17/33/34편성)이 있어서 출고 당시부터 달렸다고 확신하기 어려웠다는 문제가 있었음.
만약 91년식 전동차에 출고 당시부터 전광판이 달려있었다면, 납작이를 넘은 국내 최초의 전광판 장착 차량이 되는 것이니 더더욱 아쉬웠음.

그래서 과거 KBS, MBC 뉴스 등을 열심히 뒤졌음.
KBS 뉴스에서 몇 찾았는데, 안타깝게도 실내 모습이 나온 것은 없었음.
하지만 운전실 모습이 찍힌 것이 몇 개 있었는데, 이로 미루어볼 때 '91년산 전동차가 국내 최초로 전광판을 장착하였다'라는 결론을 낼 수 있었음.

그 근거를 차근차근 설명하자면, 일단 운전실 개조 이전의 부1 구형 전동차의 운전실을 볼 필요가 있음.

7ced887eb58a6af03bea87e258db343af8c02a505cd23616384160

7ced887eb58a6af03bea87ed58db343add6a64a03c8e0c6f119442

7ced887eb58a6af03bea87ec58db343a98a49ddd096f692d8a401a

7ced887eb58a6af03bea84e558db343a1ab93c9889491b4fcd6cb2

설명이 겁나 긴데, 이 사진은 나라장터에 올라온 부산 1호선 전동차 운전실 개조 용역 문서에서 가져온 것임.
대충 요약하자면 좌측 데스크에 방송장치와 안내기 관련 장치가 있다는 것임.

'어? 우측에도 무슨 디스플레이 장비 있는데요?' 라고 할 수 있지만....

7ced887eb58a6af03bea84e458db343a765a18dc7cff45e5cce43a

출처:대한뉴스 부산 1호선 개통식 영상(모자이크 안 했다고 따지지 마셈. 원본 영상에서 이미 안 되어있음)

저건 애초에 초기형부터 있었던 TIS 장비임.

다시 본론으로 돌아가서, 좌측 데스크 사진의 맨 왼쪽 은색 장치와 그 위에 흰색 장치가 놓여있는 곳을 유심히 보도록 하자.
은색 장치에 자동방송장치라고 써진 걸 보면 이 두 장치 부분이 방송장치, 안내장치로 볼 수 있음.
옆에 있는 건 누가봐도 방송, 안내 관련 장치는 아니니까.

이쯤에서 잠시 91년산 전동차의 운전실 사진을 보면...

7ced887eb58a6af03bea84e758db343a1f2fa82b09e3830f1dc6

1994년 부산 지하철 파업 영상 당시에 나왔던 운전실 모습임.
밑에 키 잘 보면 알겠지만 33편성(91년산) 차량임.
이 차량은 나중에 중간차가 모두 97년산으로 바뀌고, 초기형에 달렸던 안내기(없던 차량에 달았던)인 LCD-LED 안내기를 장착한 차량이었음.
그런데 잘 보면 저 왼쪽 장비가 두 개임을 알 수 있음.

7ced887eb58a6af03bea84e658db343af49cb8bd6d85855b838c98

뉴스기사 발췌.(모자이크 뭐라하지 마셈. 원본에서도 안 되어있음)

36편성(91년식) 차량인데 왼쪽 모습이 94년도에 찍힌 33편성 것과 완벽하게 동일함.
2000년대 중반 이후 사진인데(의자가 내장재 개조 이후 의자임) 이땐 이미 36편성은 출고 당시 달린 차량의 LED 단독 안내기가 달려있었음.

반면 초기형 차량 운전실의 좌측 모습을 보면...

28b9d932da836ff736ea83e74483766e5b9210f14bdab492519cb7d34170e94a25

87년 2단계 구간 개통 관련 뉴스에서 가져온 114편성.
누가 봐도 좌측 장비가 두 개가 아니라 한 개임.
91년 차량이 두 개인 것과는 상반되고, 밑에 초록색 장비는 비슷하지만 위에 하나가 없음.

초기형 차량에 안내기를 장착한 이후의 사진을 볼까?

7ced887eb58a6af03bea84e158db343acebede55775df30674c6a6

2003년경의 118편성.
뭔가 하나 추가되었고, 흰색 가림막(?) 같은 것이 있고 초기에 비하면 장치들이 추가되었는지 높이가 확실히 높아졌음.
개조한 것으로 볼 수가 있음.

즉 여기까지 보면 91년식 전동차 역시 출고 당시부터 전광판을 장착해서 출고했을 가능성이 높음을 알 수 있음.
하지만 여기까지만 읽으면 다음과 같은 의문이 들 수도 있음.
'아니, 전에 롤지 이야기 할 땐 91년식은 출고 당시부터 롤지는 아니었을 수도 있다고 했는데, 그럼 LED 안내기도 똑같은 거 아니냐?'

말마따나 출고 당시부터인지는 100% 확신할 수는 없음.
그러나 적어도 국내 최초라는 것은 100% 확신할 수 있음.
왜냐하면 매우 결정적인 외부 사진이 있기 때문임.

7ced887eb58a6af03bea84e058db343a62f2e9c75761d83571a1b0

해당 사진은 1993년 4월 14일 촬영이라고 함.
사진을 기준으로 해서 보이는 전두부의 오른쪽을 잘 보면...(진행방향 기준 좌측)

7ced887eb58a6af03bea84e358db343a7ee758388cd588c0b78816

94년식과 마찬가지로 웬 초록색 박스 모양 부품이 있음.
이게 앞에서 말한 객실 전광판 관련 장치임.

초기형을 보면...

7ced887eb58a6af03bea84e258db343a63adc335511109987607fd

전혀 보이지 않음.
즉 앞면을 볼 때 오른쪽(진행방향 기준 왼쪽)에 박스 모양의 뭔가가 초기형은 없지만, 94년식에는 있고 91년식에도 있음.
이는 91년식 전동차에도 실내 LED 안내기가 있었음을 시사함.

게다가 93년 4월이면 영업운행 기준으로든, 제작 기준으로든 국내 최초임.
납작이나 4호선 S차는 93년 4월보다는 늦게 만들었고 영업운행 기준으로는 말하나 마나.

다만 출고 당시부터 달려있었는지는 다소 의문이 있기는 함.
왜냐하면 저번에 행선기 5편으로 썼던 롤지 글을 참조하면 됨.

간단하게 요약하자면, 91년식 전동차가 최초로 플랩식 행선기를 안 쓴 것은 확실하고 롤지를 최초로 사용했을 가능성(94년식 반입 직전 롤지로 개조했다던가)이 높은 건 사실이지만, 출고 당시부터 롤지였는지는 확실하게 알기 어렵다는 이야기였음.
이러한 맥락으로 보면 이 전광판도 출고 당시부터 달았는지는 약간 의문이 들 수 있음.
단 국내 최초로 실내 LED 안내기를 장착한 건 사실임.

물론 출고 당시부터 달았을 가능성이 높기야 함.
당연히 출고 당시에는 없다가 92~3년경 새로 단 것일 가능성도 있기에 100%라고 할 수는 없지.
다만 이에 대한 근거나 개연성이 부족하기에 출고 당시부터 장착했을 확률이 높다는 이야기.
애초에 저 행선기가 롤지가 아니라고 가정해서 롤지 행선기는 94년식 들어오기 전에 먼저 프로토타입으로 달았다고 생각할 수밖에 없는데 그러면 전광판하고 롤지하고 똑같은 시기에 달아야 했던데다 전광판이 달기가 더 까다로움.
근데 전광판은 달려있는데 롤지는 안 달려있다 라고 주장하기엔 좀 개연성이 떨어지지.

이로 미루어볼 때, 91년산 차량은 처음부터 좌측 방송장치 부분에 두 개의 장비가 있었고, 80년대 차량은 한 개였다가 나중에 개조하면서 바뀐 것을 보면 1991년산 차량이 부1 최초, 나아가 국내 최초로 전광판을 장착했다는 결론이 나옴.
출고 당시부터였는지는 정확히 알 수 없지만 가능성은 높고.

하지만 몇 가지 의문이 들 수 있음.
내가 생각하는 몇 가지 의문은...
1. 17편성에는 출고 당시부터 전광판이 달려있었을까?
2. 그럼 LCD-LED 안내기 시범 장착한다고 떼버린 전광판은 어디 갔냐?

일단 첫 번째 의문에 대해 간략하게 설명하자면, 17편성은 1991년에 사고 복구 차량으로 제작된 편성임.
사고 복구 차량이라는 말에서 눈치를 챌 수 있었겠지만 1990년 남산동역 추돌사고 이유 파손되어 폐차된 차량에서 부품(대차 등)만 취거해서 차체만 새로 제작한 편성으로 사실상 1986년식임.
다만 차체가 1991년식이라 패찰도 91년식이고, 기본적으로 내외관 모두 후기형 전동차와 동일함.
이 차량도 33/34편성처럼 LCD-LED 안내기를 달았는데, 이 상태에서는 93년식 5차분 차량과 창문 로고 안 보면 완벽하게 똑같음.

그래서 출고 당시부터 LED 안내기가 달려있었다가 33/34편성처럼 LCD-LED 안내기를 시범 장착했을 수도 있지만 사고 복구분이라는 말에서 알 수 있듯 원래 초기형처럼 없었다가 나중에 달았을 수도 있음.
일단 이 의문에 대해서는 정확히 알 수는 없고 추측으로만 답변해보자면 '처음부터 안 달았을 가능성이 높다' 임.
자료가 아예 없는 건 아니고 있기는 있음.

7ced887eb58a6af03bea84ed58db343aebee70486ca31f7226641c

7ced887eb58a6af03bea84ec58db343ab9246e9ac63e8985faa7

94년 뉴스인데 여기서 저 전광판 없는 후기형 전동차 실내 나오고 17편성의 외부가 나옴.(사진상으로는 141X까지만 식별되지만, 측면 편성번호 양식을 보면 91년식=17편성이라고밖에는 생각이 안 됨)
근데 문제는 저 두 차량이 똑같다는 보장이 없음.
8량 장대화를 위해 도입된 5차분 차량의 실내가 정확하게 저 뉴스에 나온 차량의 실내였는데, 17편성에 전광판 떼면 정확하게 5차분이랑 똑같음.

그러니까 저 뉴스에 연달아 나온 차량의 내외부가 똑같은 차량이라는 보장도 없는데, 저 실내는 5차분(1993)과도 똑같기 때문에 저 뉴스만으로는 알 수가 없다는 이야기임.
그렇지만 만약 저 뉴스에 나온 두 차량이 똑같은 차량이면 17편성은 도입 당시부터 없었던 게 맞음.

또한 사고 복구분인 만큼 정식 4차분(91년식) 차량과는 좀 다른 특성이 존재하긴 했고(대표적으로 쪽창) 발주도 다른 시기에 했기 때문에 일단은 91년식 차량과 다르게 2000년대 초 LCD-LED 전광판 달기 전까지는 없었을 가능성이 높다는 이야기.
당장 서울 1호선의 111편성도 99, 04년식 객차라고 해서 처음부터 전광판 있지는 않았잖아?
만약 처음부터 없었다면 진짜 91년식인 17편성의 6/7호차 전광판은 8량 증량될 때 17편성 들어가면서 뗐을 거임.

두 번째 의문 역시 정확히 알 수는 없고 추측으로만 답변해보자면 '부품용 되는 동시에 21/25/30/31편성 Tc로 갔다' 임.
이건 아예 순도 100% 본인 뇌피셜임.

일단 21/25/30/31편성은 Tc는 초기형(=전광판 없는)인데 중간차가 97년식(=기본적으로 LED 안내기가 달린)이었던 차량이었음.
근데 유독 저 차들 Tc에서 2010년대 전후로 교체된 엄청나게 휘도 높은 풀컬러 LED 전광판(지금 것과는 다르고 생긴 건 저번 글에서 얘기한 LED 민짜와 똑같음)이 유독 많이 보였거든.

물론 저 쨍한 LED가 초기형+후기형 짬뽕편성 Tc에서만 나온 건 아니고 91년식하곤 관계 없는 다른 차에도 달려있었긴 한데 유독 저 Tc들에서 높은 빈도로 발견되었음.
다른 차에도 있었던 건 애초에 91년식 차에 달렸던 전광판들이 저 초기형 Tc에 달리고도 남았을 거고 그게 부품용으로 쓰였을 가능성이 있음.

게다가 정비할 때 전광판을 마구잡이로 섞기 때문에(94년식 차에서 97년식 전광판 나온다던가) 91년식 차 아니더라도 91년식 차에 달린 전광판은 있을 수 있었음.
그래서 그냥 91년식 차에 달렸던 전광판들만 교체한 게 저 쨍한 LED일 가능성이 있다고 봄.
부품용으로 전환된 것도 있다고 하는 건 21/25/30/31 Tc로만 갔다기엔 개수가 안 맞아서.(33/34편성 LED 전광판 합치면 97년식 객차 포함하면 16개에, 17편성엔 원래 없었다고 가정해도 증량 때 들어간 중간차 2량 생각하면 2개)
물론 증거는 하나도 없고 그냥 뇌피셜임.

아무튼, 결론을 요약하자면...
1. 1991년식 전동차는 국내 최초의 객실 내 전광판 장착 차량이다.
2. 33/34편성은 원래 있다가 2000년 넘어갈 때 LCD-LED 안내기로 교체된 케이스이고, 17편성은 사고 복구분인 만큼 처음에 없었을 가능성이 높기는 하나 다소 애매하긴 함.
3. 출고 당시부터 달았는지는 정확히 알 수 없으나, 가능성은 높다.

글 읽어줘서 고맙고, 틀린 점 지적이나 하고 싶은 말이 있다면 자유롭게 댓글 달아줘!

+자료 출처(문서 하나는 나라장터에서 가져옴)

7ced887eb58a6af03bea85e558db343ac187def66aea0fb9194ce3




출처: 모노레일 갤러리 [원본 보기]

추천 비추천

25

고정닉 9

10

댓글 영역

전체 댓글 0
등록순정렬 기준선택
본문 보기

하단 갤러리 리스트 영역

왼쪽 컨텐츠 영역

갤러리 리스트 영역

갤러리 리스트
번호 제목 글쓴이 작성일 조회 추천
설문 흡연때문에 이미지 타격 입은 것 같은 스타는? 운영자 24/07/15 - -
공지 실시간베스트 갤러리 이용 안내 [1923/2] 운영자 21.11.18 6306627 452
249235
썸네일
[싱갤] 개신교 교단 설명하는 만화 -장로교&감리교- (노잼주의)
[16]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11 734 10
249232
썸네일
[카연] [북유럽 신화.manhwa] 천지창조 - 3
[27]
동굴트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50 2547 37
249230
썸네일
[토갤] 뭔 k말딸때문에 국감장까지 불려가노
[274]
일찍자기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41 5657 215
249228
썸네일
[디갤] 이틀간의 일상 사진 (17장)
[2]
doer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30 1041 10
249227
썸네일
[이갤] '괜찮겠지?' 차단기 무시하고 선 넘었다가..'날벼락'.jpg
[322]
감돌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20 6645 64
249225
썸네일
[싱갤] 스압)싱글벙글 숏컷치러 가는 히키코모리 여고생..manhwa
[114]
ㅇㅇ(122.42) 10:10 23738 163
249223
썸네일
[리갤] 트위터) T1팬이 도란계란빵이랑 킹겐쿠키 훔쳐먹었다함
[310]
롤갤러(218.234) 10:00 26676 739
249222
썸네일
[싱갤] 흥미진진 홍콩에 터 잡은 한국인 대리기사...
[144]
케넨천재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50 25536 133
249218
썸네일
[M갤] 샌디에고 파드레스 2024 시즌 중간결산
[37]
백마일헤드샷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30 3838 30
249217
썸네일
[싱갤] 훌쩍훌쩍 35살 틀딱 히키의 2박3일 제주도 혼자여행
[179]
대두(112.166) 09:20 21283 154
249215
썸네일
[디갤] 교토의 여름 일상스냅
[39]
유동교토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10 4181 19
249213
썸네일
[부갤] (장문) 보드게임 제작기 - 전투 방식 소개
[22]
TheMelody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00 3714 8
249212
썸네일
[싱갤] 싱글벙글 더이상 보기 힘든 예쁜 할리우드 배우촌
[190]
Laur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50 18819 85
249210
썸네일
[디갤] 화각별 은하수
[19]
엉터리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40 4787 14
249208
썸네일
[토갤] 워햄 설정상으로 존재하는 스켈레톤워리어 유명연대들
[35]
병신맞음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30 8042 54
249207
썸네일
[싱갤] 싱글벙글 G7 국가들의 산업 경쟁력 비교.jpg
[250]
싱갤러(106.101) 08:20 16336 82
249205
썸네일
[일갤] 9박10일 도쿄여행 5일차 - (라멘, 군함, 마리오카트)
[13]
기신고래(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10 4718 22
249203
썸네일
[싱갤] 싱글벙글 한의대 실습간 전과자
[142]
ㅇㅇ(1.250) 08:00 17676 44
249200
썸네일
[싱갤] 싱글벙글 서울역에서 일본응원
[229]
nigger892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40 27028 223
249198
썸네일
[디갤] 떡이 멈추길 기원하며 사진을 바친다
[22]
난꽃게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30 6114 7
249197
썸네일
[카연] 개찐따 긁는 만화 11
[55]
발랑토끼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0 7937 65
249195
썸네일
[유갤] 백패킹 3대 성지 소개와 짧은 소감
[40]
댕댕이애호가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10 6383 40
249193
썸네일
[싱갤] 건강건강 건강에 좋은 음식
[260]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00 20120 105
249189
썸네일
[그갤] 그림이 쌓여서 올려봄 굉장히 스압
[60]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45 13251 65
249187
썸네일
[해갤] 일본 사세보 해상자위대 사료관 (박물관) 후기
[89]
해갤러(220.70) 01:35 12138 63
249185
썸네일
[싱갤] (스압) 훌쩍훌쩍 가축방역 수의사의 하루
[281]
ㅇㅇ(49.170) 01:25 30615 173
249183
썸네일
[삼갤] 세계최초... 시즌중 방출 기념 헹가래.gif
[233]
삼갤러(14.4) 01:15 38634 653
249179
썸네일
[히갤] 데드풀의 여자...<모레나 바카린>.....jpg
[128]
ㅇㅇ(175.119) 00:55 24383 152
249177
썸네일
[이갤] 동갑내기이지만 서로 어색해서 친해지고 싶은 전현무와 진선규
[80]
감돌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0:45 25707 11
249175
썸네일
[싱갤] 호연갤러리 극딜모음ㄷㄷㄷㄷㄷㄷ.jpg
[274]
Slayer666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0:35 32984 358
249173
썸네일
[군갤] 러시아가 80년전 히틀러에 대한 암살시도 문건을 기밀해제
[111]
KC-46A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0:25 24928 77
249171
썸네일
[두갤] 오늘자 잠실 우천 취소 개지랄 정리.gif
[196]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0:15 34527 453
249169
썸네일
[이갤] 꺾기 애드리브 한번당 15만원 준다고하니 무한 꺾기 시전하는 환희
[49]
감돌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0:05 24072 64
249167
썸네일
[싱갤] 싱글벙글 선수시절 내내 부상에 시달린 레전드
[124]
ㅇㅇ(175.196) 07.20 30355 291
249165
썸네일
[카연] 쨀까 말까 게임
[54]
sgtHwang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0 16000 114
249163
썸네일
[야갤] 강한 남성이 다시 시대의 주도권을 잡아야 하는 이유...jpg
[526]
앤드류테이트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0 28526 384
249159
썸네일
[보갤] 역대급 벅어운 ㅅㄲ 발견 ㅋㅋㅋㅋㅋㅋㅋ.jpg
[628]
ㅇㅇ(37.19) 07.20 47144 582
249157
썸네일
[야갤] 바카라로 돈 따서...리니지 현질한 고딩 ㄹㅇ...jpg
[272]
Adida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0 36760 405
249155
썸네일
[싱갤] 싱글벙글 한문철 레전드 2
[249]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0 18838 194
249153
썸네일
[대갤] 대만 사이트에 올라온 한국인 코스어
[223]
대갤러(222.121) 07.20 38423 87
249151
썸네일
[디갤] [WEBP] 50.8S만 들고 나간 카페스냅
[15]
ND4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0 5179 14
249149
썸네일
[싱갤] 중국의 남성향 이혼드라마 ㄷㄷㄷ
[448]
ㅇㅇ(210.216) 07.20 32943 515
249147
썸네일
[메갤] 아프리칸 사무라이 작가 영상에 달린 댓글
[153]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0 20638 93
249145
썸네일
[카연] (ㅇㅎ) 갑자기 내린 장맛비를 잠시 피하는. manhwa
[55]
새만화금고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0 22711 133
249143
썸네일
[싱갤] 오해오해 숏컷의 세계.jpg
[317]
ㅇㅇ(14.53) 07.20 45492 416
249141
썸네일
[이갤] 추성훈에게 엄청난 굴욕을 안겨준 사건...gif
[288]
leeloo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0 27811 186
249139
썸네일
[미갤] 이렇게까지 알려줄 의리는 없다만
[189]
sqqq 8.3(120.142) 07.20 33330 261
249135
썸네일
[야갤] 화장실 큰건 못가는 카페..
[467]
야갤러(223.62) 07.20 38646 360
249133
썸네일
[싱갤] 희대의 거품 폰 노이만의 실체..JPG
[636]
방파제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0 42746 339
갤러리 내부 검색
제목+내용게시물 정렬 옵션

오른쪽 컨텐츠 영역

실시간 베스트

1/8

뉴스

디시미디어

디시이슈

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