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시인사이드 갤러리

갤러리 이슈박스, 최근방문 갤러리

갤러리 본문 영역

역사가 로스트 미디어가 된 국가 3

ㅇㅇ(1.243) 2024.06.25 09:30:02
조회 11417 추천 71 댓글 91

그리고 역사가 로스트 미디어가 되어버린 사례는 중국에도 있음.

이를 알려면 1950년대로 돌아가야 함.


20bcc834e0c13ca368bec3b902916c6f87b086406caedc7d5a4267753ab1ded2d3

1949년 중국에서는 중국공산당이 대륙을 다 먹고 국민당은 대만으로 1949.

중국 대륙은 수십년간의 내분과 외세의 침략으로 황폐화 되어 있었고 중국공산당은 이걸 개발해보겠다고

무려 대약진 운동이라는 사상최대의 대 개발 작전을 수립함.


7c8be114d78012f75787e9e458db343aafbec6f0e9a235e920425010

이 대약진 운동이라는게 대충 참새 때려잡고 가마솥같은거 모아다가 토법고로에 넣고 철 뽑는 그런거 포함하는 운동이었는데

참 병신같은게 참새가 죄다 죽어서 병충해로 작물이 다 죽고 아무 철이나 넣어서 불순물 많은 똥철만 찍어내게됨.

이외 갖가지 삽질로 인민이 마구 죽어나가서 대략적으로 5천만명이 죽었다고 함.


그렇게 중국의 경제성장률은 1961년에는 무려 -27%를 찍는 등 미친듯이 역성장을 하게 되고

당연히 중공의 우두머리 마오쩌둥은 욕을 뒤지게 먹음.


7ce48071da816cf620b5c6b236ef203eb62fd510a3b1ee

근데 이 새낀 그때도 계속 대가리를 굴리고 있었고 자기 싫어하는 지식인을 죄다 족치려는 생각을 하고 있었음.

자기 실책으로 5천만명이 죽은걸 지식인한테 돌려서 털끝 하나도 안 다치고 튀려는 생각을 한 거임...


이후에도 여러 병신같은 일들이 터지다가 1965년 해서파관 사건이 터짐.

해서파관 이라는 연극을 본 마오쩌둥의 아내 장칭이 이걸 보고 마오쩌둥 욕하는 연극아님?? 이라면서 불을 붙였고 정치인이 여럿 썰려나감.

그리고 류샤오치 등 몇명이 더 썰려나간 뒤에 마오쩌둥이 자기 좆대로 하기에 꽤 알맞은 상황이 만들어짐.


결국 1966년 즈음부터 홍위병을 만들어서 중국 곳곳을 때려부수게 됨.


7ce58077da816ff651ec98bf06d60403c72c4e0b50b037c8f2

이 홍위병이란 건 사실 별 거 없고 그냥 학생들인데 마오쩌둥을 빠는 사람들임.

문제는 이 사람들이 마오쩌둥을 너무 빨았고 빠따랑 망치도 같이 들었다는것...


문화대혁명이라는게 이름에서 볼 수 있듯 옛것을 부수고 새것을 만드는 뭐 그런 운동이긴 했음.


이 부순다는게 사회의 악습, 폐단같은게 아니라 그냥 옛것 전체를 말하는 것이었고

그 때문에 약 10년간 중국의 역사와 문화가 마구 사라짐.


03928408b5e816a07b8fd4b31d833239f476295c66189c7056c82ae744ea9fcacdd536200c9f0e3d7e8cd82c4c3631b6a95cc83fb7a952e329de31e27f3e504ed827397eaa8ecc1093eccf2b760bff181a7d1421d619449701ab8012cd2bfa0f9f7e0a535433

3a97c915d1f66db17f80dc8411833e397a4c8d60d342a7c446f4ae4a3edae4edb4478f06f722a3b29d86fd23b0cbcad752718822c74922a288b3a056d541123feceefa15a76a984bc86f79f38b405b619b16930bc97790018a3c4a44585df0edceb7a85e7e83ac2b9d81334e66c2ac06d3189c4f3264caf7336ab09a50620f60569edead380ecc9042b526c8dd14fe1144cd7639ce65a66d9e80755683d1b013252837abc214

홍위병들은 공자 묘지를 부수고 천주교 서적을 불태우고 대학 건물을 무너뜨리고 절을 때려부수고

불상을 없애고 경극 배우를 죽이고 어떤 종류의 지식인이던 좀 안좋게 보이면 죽이고 만한전석을 불사르고

탑을 무너뜨리고 왕릉을 깨부수고 무덤을 파헤쳐 나온 유골을 흩뿌려 버리고 소림사의 무술도 없애버리고

유물을 없애고 중국 애니메이션을 파괴하고 소수민족 문화를 말살하는 등 그냥 다 부숴버림.


이 병신같은 짓은 연해주 옆 만주벌판부터 저 멀리 티베트까지 중국 전역에서 일어났고 무려 10년이나 진행되는 동안 멈출 기미를 보이질 않았음.

마오쩌둥이 죽고 나서야 이 일이 끝났고 피해는 셀 수 없을만큼 컸음.


지식인을 다 죽여서 지식을 전수할 사람도 나라를 개발할 사람도 사라지고 더더 역성장을 해버렸으며
이 외에도 그냥 사람들을 모조리 족쳐서 공식적으론 170만명, 최대치로는 2천만명이 죽었다고 함.


무엇보다 4천여년은 이어져 온 중국의 문화유산의 대부분이 말 그대로 날아감. 수천년을 버텨온 것들이 저 병신같은 짓거리에 완전히 사라짐.


이 때문에 사라진 것이 너무 많아서 글에 다 적을수가 없고 대표적인 예시로 일단 유교를 연구하려면 한국에 오는 것이 있음.

소림사 무술도 이게 맞냐는 얘기가 꾸준히 나오고 있고 대만이 중국 문화의 후계자가 됨. 이건 진짜 그런 상황이 된게 맞고 공자 후손도 대만에서 사는 중임.


27b2c323eadc75a376b0c4b61fc23070d1a4574ffc75dc31a05c8bf1ff7e7c5d8d32c15eb3e7e1330616c288030af023

이러한 자국 역사 말살 행위는 세계사적으로 유례없는 병신짓이었고 이 폐해는 현재진행형임.

중국은 지금 소프트 파워를 기르려 하는데 이 때 문화가 다 사라져서 남의 문화를 뺏는 추태를 부리고 있음... 한복이라던가 김치라던가.


또 이런 자국 문화 말살 행위가 문화대혁명과 연계되어 일어난 곳이 또 있는데 바로

74e8f475ecdb3cbf76b687a413d609040d8d531de1e21bc1d6645a1854fea5da16454328bcc7872456ac

캄보디아임.


이 사진에 있는 병신같이 생긴 새끼의 이름은 폴 포트이고 문화대혁명을 본 뒤로 자신도 그 짓을 똑같이 해서 캄보디아 경제와 문화를 다 작살냄.

캄보디아의 전통문화는 이 새끼가 있을 적에 엄청나게 사라졌다고 함. 앙코르 와트같은 유적도 겨우 살아남았고 캄보디아의 절은 5%만 남았다고 함...





출처: 로스트 미디어 갤러리 [원본 보기]

추천 비추천

71

고정닉 16

7

댓글 영역

전체 댓글 0
등록순정렬 기준선택
본문 보기

하단 갤러리 리스트 영역

왼쪽 컨텐츠 영역

갤러리 리스트 영역

갤러리 리스트
번호 제목 글쓴이 작성일 조회 추천
설문 사이버 렉카로 가장 피해 입은 것 같은 스타는? 운영자 24/07/22 - -
공지 실시간베스트 갤러리 이용 안내 [1938/2] 운영자 21.11.18 6358608 452
250057
썸네일
[잇갤] 아직 세상은 따뜻하고 살만하다
[138]
새벽달빛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55 9884 107
250054
썸네일
[일갤] 9박 10일 도쿄여행 - 8.9일차 (후지산 등반)
[20]
기신고래(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45 4688 13
250051
썸네일
[싱갤] 싱글벙글 '인기동물'도 쇼'도 없는 동물친화 동물원
[135]
수인갤러리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35 18925 117
250048
썸네일
[디갤] 오늘 구룡마을 갔다옴
[91]
설치는설치류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25 7888 31
250045
썸네일
[교갤] 선박) 한큐페리 야마토호 탑승기
[20]
데굴ㄹ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15 6044 28
250042
썸네일
[싱갤] 꼴초 눈나들 .manhwa
[141]
라이딩시로코땀냄새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05 17961 85
250039
썸네일
[서갤] 스압)서코 양일 후기입니다
[54]
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0:55 8645 35
250036
썸네일
[위갤] 알중 파벌
[114]
처음잉잉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0:45 11108 60
250030
썸네일
[싱갤] 추억팔이 애니들 근황 .jpg
[214]
싱갤러(221.140) 00:25 18887 72
250027
썸네일
[히갤] 마블 안락사 확정<데드풀 & 울버린>근황..jpg
[301]
ㅇㅇ(175.119) 00:15 22034 90
250024
썸네일
[주갤] 모로코 국결 여행기 ㅗㅜㅑ jpg
[149]
++스나이퍼갑(211.36) 00:05 17043 147
250022
썸네일
[싱갤] 싱글싱글 역사에 푹빠졌던 소년
[366]
wlwlwl(220.124) 07.23 17563 154
250020
썸네일
[카연] 옆자리 아싸녀가 인터넷방송 하는 엘프였던 만화-11
[64]
나미야724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3 13214 76
250018
썸네일
[러갤] 부당거래..범죄자도 설득시키는 화려한 말빨
[109]
배터리형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3 13538 75
250016
썸네일
[싱갤] 얼탱얼탱 아직도 정신 못차린 샌드위치집 사장
[225]
ㅇㅇ(49.168) 07.23 33832 312
250014
썸네일
[디갤] 북촌
[11]
이미지메이킹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3 5759 21
250012
썸네일
[U갤] 정찬성이 생각하는 최승우의 모습...JPG
[68]
sfd3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3 13405 64
250008
썸네일
[싱갤] 싱글벙글 지구온난화가 진짜 위험한 이유
[844]
프록시마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3 24392 208
250006
썸네일
[야갤] 중소는 싫고 롤이나 한판하자. 청년 백수 130만명.jpg
[913]
검은닭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3 28094 195
250004
썸네일
[주갤] 노산의 고통. 산증인
[378]
ㅇㅇ(1.240) 07.23 20461 363
250002
썸네일
[싱갤] 싱글벙글 주식 관련 뉴스를 걸러야 하는 이유..jpg
[122]
러갤러(112.147) 07.23 19235 172
250000
썸네일
[기갤] 구독자 9천명인데 게스트로 유재석이 나온 유튜브
[143]
긷갤러(74.63) 07.23 28631 100
249998
썸네일
[러갤] 트럼프가 밴스를 지명한 이유..힐빌리의 노래
[157]
배터리형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3 12956 88
249996
썸네일
[싱갤] 싱글벙글 학벌 세탁이라는 말이 없어졌으면 좋겠다는 여자
[732]
ㅇㅇ(121.154) 07.23 31057 82
249994
썸네일
[주갤] 한쿠부부 첫만남부터 지금까지 같이보자.jpg
[255]
태아령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3 23594 378
249992
썸네일
[싱갤] 씁쓸씁쓸..폐쇄된 여행지로 알려진 '매직버스'
[127]
이강우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3 17659 103
249988
썸네일
[판갤] 아이가 저를 아동학대로 6번째 신고했어요
[376]
판갤러(156.59) 07.23 26750 91
249986
썸네일
[전갤] 신고자 다그치듯 몰아세우더니...한순간에 사살한 美 경찰.jpg
[558]
몽쉘통통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3 19600 44
249984
썸네일
[싱갤] 오싹오싹 고양이를 산채로 뜨거운물에 넣는 자연인..jpg
[315]
ㅇㅇ(122.42) 07.23 30943 389
249982
썸네일
[자갤] 차량 세우더니 "폰 빌려줘"…거절하자 "차에 치였다" 거짓 신고
[217]
차갤러(211.234) 07.23 20949 121
249980
썸네일
[커갤] 커붕이의 파나마 커피 여행 2~3일차 후기
[22]
내츄럴갱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3 7504 24
249978
썸네일
[싱갤] 심각심각 서울 부동산이 얼마나 심각한지 알아보자(스압)
[690]
부동산싱붕(220.88) 07.23 28148 171
249976
썸네일
[미갤] 미국화장품 전시회서 한국 화장품 통으로 도둑 맞았대
[189]
미갤러(156.59) 07.23 21077 95
249974
썸네일
[카연] 여기사가 오크랑....................
[83]
하료향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3 21066 73
249972
썸네일
[싱갤] 강릉 보트 사고
[477]
초속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3 33137 324
249970
썸네일
[싱갤] 스압)싱글벙글 중동의 교토에 대해 알아보자
[85]
호코리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3 14793 61
249968
썸네일
[메갤] 레깅스 찾아보다 재밌는거 발견했노
[355]
ㅇㅇ(223.38) 07.23 36766 450
249966
썸네일
[주갤] 단군론 완성판 - 최초의 국결러는 누구일까?
[341]
123번뇌자유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3 14391 284
249964
썸네일
[코갤] 심슨 가족, 해리스가 트럼프 제치고 대통령 당선 예언
[325]
ㅇㅇ(59.11) 07.23 28552 119
249962
썸네일
[싱갤] 씨발씨발 다시보는 베트남의 한국인 폐병원 감금 사건
[398]
난징대축제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3 27192 419
249960
썸네일
[한갤] 이재명 위증교사 이재명측 증인 재판도중 입장번복 ㅋㅋ
[275]
개같은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3 19390 334
249959
썸네일
[싱갤] 우주우주..고등학교 과학동아리 수준
[419]
이강우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3 43736 155
249957
썸네일
[주갤] 모텔에서 출산 후 영아 살해한 20대여성.news
[491]
태아령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3 20064 203
249955
썸네일
[러갤] 라오스 국제결혼 신부가 바로 일할수 없는 이유
[375]
배터리형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3 21250 95
249953
썸네일
[싱갤] 싱글벙글 미국,호주중 어디가 살기좋나에 불붙은 미국호주인들
[320]
ㅇㅇ(175.117) 07.23 19824 57
249951
썸네일
[육갤] 270만원어치 고기 노쇼
[350]
육갤러(146.70) 07.23 34074 141
249947
썸네일
[이갤] 물어보살 사연자에게 아는 변호사 연결시켜준 서장훈.jpg
[248]
감돌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3 21691 123
249945
썸네일
[기갤] 가게 문에 손 끼인 아이…"문 잡아줘야" 女손님에 배상 요청한 부모
[499]
긷갤러(211.234) 07.23 26530 186
249943
썸네일
[싱갤] 싱글벙글 러시아 외무장관의 별명
[150]
ㅇㅇ(112.218) 07.23 21096 84
갤러리 내부 검색
제목+내용게시물 정렬 옵션

오른쪽 컨텐츠 영역

실시간 베스트

1/8

뉴스

디시미디어

디시이슈

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