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시인사이드 갤러리

갤러리 이슈박스, 최근방문 갤러리

갤러리 본문 영역

일본인의 양심, 요양보호사편 (도쿄 스미다구)앱에서 작성

난징대파티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024.06.26 00:55:01
조회 18653 추천 145 댓글 105

1bb4d423eaf139b67aaac4b02983746f6fa3510ab6d80902aaa8a0be1d7d64d29d565ee0bb69dbcbfe0a200b

일본인의 양심, 오늘의 주인공은 요양보호사(개호사)

1bb4d423eaf139b67aaac4b02983746f6fa3510ab6d80902aaa8a1b81d7d64d2d4a85f4bb1b9582b287a3aa2

이곳은 도쿄 스미다구의 어느 주택

고령의 여성 이용자와 간호사, 그리고 요양보호사가 함께 있는 모습임

1bb4d423eaf139b67aaac4b02983746f6fa3510ab6d80902aaa8a3bf1d7d64d2088f4cadf9ffa4874d5b997b

그러다 노인과 간호사가 잠깐 산책을 나가자

1bb4d423eaf139b67aaac4b02983746f6fa3510ab6d80902aaa8a3bb1d7d64d2d1aaf75acedacb531ac29140

요양보호사는 그들이 나간 방향을 힐끔 보더니

a1400cad360ab45bb6332b4d9a27d5b18d925fce6a77ff755cc7f7a67c5ceb4699521369e3656f52e5f153fa881a20d002

망설임 없이 곧바로 벽장으로 직행

거침없이 문을 열고 마구 뒤지기 시작함

a1400cad360ab45bb6332b4d9a27d5b18d925fce6a77ff755cc7f7a67c5ceb45c2869d074b5652d20e640b86da682bc0d4

그러다 목적을 달성했는지 벽장을 닫는 요양보호사

a1400cad360ab45bb6332b4d9a27d5b18d925fce6a77ff755cc7f7a67c5ceb4488978b020bf887344872d34c2eb2f779d0

일어난 그년의 손에는 놀랍게도 지폐가 있었음

1bb4d423eaf139b67aaac4b02983746f6fa3510ab6d80902aba0a0ba1d7d64d24bb6e293d8aca1244c93c772

요양보호사는 자신이 돌보는 노파의 지갑에서 현금을 훔치고 있던 거임

a1400cad360ab45bb6332b4d9a27d5b18d925fce6a77ff755cc7f7a67c5ceb4339be6f668778b57c6f0f5060b8d39db9c5

훔친 현금은 노인과 간호사가 돌아오기 전에 재빨리 바지 안에 숨겨버리기까지 함

문제는...

1bb4d423eaf139b67aaac4b02983746f6fa3510ab6d80902aba3a0be1d7d64d24335544ff1e366fdba4f5523

노파의 아들이 카메라를 통해 범죄 현장을 실시간으로 지켜보고 있었다는 거임

1bb4d423eaf139b67aaac4b02983746f6fa3510ab6d80902aba3a0b71d7d64d2fd40e7316ebb03fa3140ce13

[노파의 아들]

영상을 실시간으로 볼 수 있어서 마침 쉬는 날이라 봤더니

1bb4d423eaf139b67aaac4b02983746f6fa3510ab6d80902aba3a1bd1d7d64d2b26d0238fdcc0af0480e48cc

벽장을 열고 돈을 훔치는 게 계속 나와서

1bb4d423eaf139b67aaac4b02983746f6fa3510ab6d80902aba3a1ba1d7d64d286f5a2c75621b8053ced11b7

에엣!? 이랬다

1bb4d423eaf139b67aaac4b02983746f6fa3510ab6d80902aba3a4b91d7d64d2352818ae21ded12ce2996756

피해자에 따르면 당시 지갑에는 10만엔이 들어있었는데 요양보호사가 3만엔을 훔쳤다고 함

1bb4d423eaf139b67aaac4b02983746f6fa3510ab6d80902aba3a5b91d7d64d29c8e92d85c26e49b527343a2

[노파의 아들]

범행이 익숙하구나 싶더라고요

1bb4d423eaf139b67aaac4b02983746f6fa3510ab6d80902aba2a1be1d7d64d2a495c42b25c4f362093de69c

요양보호사도 도둑질도 모두 베테랑이었던 여성

1bb4d423eaf139b67aaac4b02983746f6fa3510ab6d80902aba2a1b81d7d64d267ad238a8d80e73028e9075d

피해 여성과는 친하게 지냈는데 그런 신뢰를 배신한 것이었음

a1400cad360ab45bb6332b4d9a27d5b18d925fce6a77ff755cc7f7a67c5ceb423fbc38bcafcfcb5a955bdf9660d7e77115

도둑질이 끝나자 시큰둥한 얼굴로 방에서 걸어나오더니

a1400cad360ab45bb6332b4d9a27d5b18d925fce6a77ff755cc7f7a67c5ceb412899fb65405e3d2029e33290863be55c0c

재빨리 집을 나감

1bb4d423eaf139b67aaac4b02983746f6fa3510ab6d80902aba2a2b91d7d64d24b4a37e77351b050cc9ea083

그러다 산책에서 돌아온 피해여성을 만나자

"아, 어서오세요. 다음주에 뵐게요, 우후훗"이라며 기죽는 기색도 없이 뻔뻔하게 말을 건네고 나감

1bb4d423eaf139b67aaac4b02983746f6fa3510ab6d80902aba2a5be1d7d64d227691b31ed0b8bbd8fb3cbc8

노파의 아들는 곧바로 경찰에 신고했고

1bb4d423eaf139b67aaac4b02983746f6fa3510ab6d80902aba2a5bb1d7d64d2af3bea48aa8fd93891eb39a1

워낙 영상이 확실하다보니 요양보호사가 소속된 회사도 절도를 인정한 상태라고 함

2eb5c229e8d707b56dadd3b018c22c32f18f18abf2bbab638760510521f25bdd6436dde169fe5c246e8bb5314cd92c9fcaa97349e5b8c916025cd6896d28e58a8ddd649a29e7a9976240

1ebec223e0dc2bae61abe9e74683706d2ca34983d2d7cfb1b3c4c41e4810ab8b6b7c4274d3678eb66220d8c7c2b15b643963

1ebec223e0dc2bae61abe9e74683706d2ca34983d2d7cfb6b6c2c41e4810ab8b3e0625c97d9e1fdd09b96603edaac79ca544

1ebec223e0dc2bae61abe9e74683706d2ca34983d2d7cfb6b4c0c41e4810ab8b8c90f14dc6ed8d6a1d10f35676c8e99cc67f

1ebec223e0dc2bae61abe9e74683706d2ca34983d2d7cfbab6c8c41e4810ab8b5882f10a9c9f9dbe2f60634f80457ec1ae

1ebec223e0dc2bae61abe9e74683706d2ca34983d2d7cfb6b2c2c41e4810ab8b606195a4489b2960d1c343e5320955c8cd0b

1ebec223e0dc2bae61abe9e74683706d2ca34983d2d7cfb5b2c1c41e4810ab8b3f9b04eaa55ae0104667024f7a05591fd9bb

1ebec223e0dc2bae61abe9e74683706d2ca34983d2d7cfbab3c5c41e4810ab8b0c3a08186e2c9379838e9d49c4fcacc22b9f

1ebec223e0dc2bae61abe9e74683706d2ca34983d2d7ceb3b3c7c41e4810ab8ba328f50bcd653bc7444edde3fa83b157fd67


25세? 설마... 아닐 것 같기는 한데 ㅋㅋㅋㅋㅋ

어쨌든 스시녀의 양심 SUGOI~


출처: 대만 갤러리 [원본 보기]

추천 비추천

145

고정닉 9

42

댓글 영역

전체 댓글 0
등록순정렬 기준선택
본문 보기

하단 갤러리 리스트 영역

왼쪽 컨텐츠 영역

갤러리 리스트 영역

갤러리 리스트
번호 제목 글쓴이 작성일 조회 추천
설문 사이버 렉카로 가장 피해 입은 것 같은 스타는? 운영자 24/07/22 - -
공지 실시간베스트 갤러리 이용 안내 [1955/2] 운영자 21.11.18 6381996 452
250417
썸네일
[싱갤] 8년동안 노력한 작품. 기네스북 등재 실패 참사
[37]
Patronu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2:10 5258 25
250416
썸네일
[카연] 페미니스트 여고생 3화(完).manhwa
[34]
한강수온관측사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2:05 3699 97
250414
썸네일
[무갤] 경찰 또 업무 과로로 한명 사망함
[126]
ㅇㅇ(211.49) 12:00 2698 59
250413
썸네일
[싱갤] 오늘의 제주도 급발진 주장 사고
[146]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55 4128 50
250410
썸네일
[싱갤] 주작주작 실베간 112, 119를 막 조종하는 캣맘 기사 뜸
[87]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45 9974 119
250409
썸네일
[야갤] "알몸으로 거리 나온 초등생, 옷에선 소변 냄새가" 알몸 학폭 의혹
[155]
감돌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40 11247 173
250408
썸네일
[걸갤] [단독]"인생은 실전이다 ㅇ만아" 민희진, 대퓨님의 말씀들
[277]
릿팬아님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35 9306 411
250406
썸네일
[해갤] 어제자 불 끄고 난 뒤 한화ㅋㅋㅋㅋ.,webp
[88]
아비아나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30 9585 112
250405
썸네일
[싱갤] 출입국 사무소 앞에서 대기타며 단속차 미행하는 업자들 ㅋㅋ
[45]
ㅇㅇ(210.216) 11:25 5802 50
250404
썸네일
[중갤] 한동훈 “금투세 폐지 최우선 실현
[182]
00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20 5968 151
250402
썸네일
[싱갤] 오싹오싹 미국에서 팔레스타인 사람들이 대형사고침ㄷㄷ
[312]
ㅇㅇ(122.42) 11:15 17650 260
250401
썸네일
[걸갤] 뉴진스 부모 인터뷰... 맘카페 어머님이 단 한 마디로 진압
[331]
ㅇㅇ(223.62) 11:10 16433 911
250400
썸네일
[레갤] 리오넬 메시 "심판 판정 이상하다" 불평 인스타 논란
[111]
ㅇㅇ(14.52) 11:05 6178 62
250398
썸네일
[싱갤] 싱글벙글 딱히 몰라도 되는 사실들
[113]
아싸아랑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00 14966 73
250396
썸네일
[S갤] 티몬/위메프 현 상황
[204]
스탠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50 14496 64
250394
썸네일
[주갤] [기록]마통탑 매물로 나옴 feat 한녀의 몰락
[336]
ㅇㅇ(211.207) 10:45 16650 635
250393
썸네일
[싱갤] 훌쩍훌쩍 손녀를 위해 연주하는 할아버지 .manhwa
[64]
태영호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40 6663 133
250392
썸네일
[무갤] 저출산으로 인한 일손 부족으로 생존의 갈림길에 선 기업들
[556]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35 11691 133
250390
썸네일
[걸갤] 하이브 민희진 무고죄로 고소!!!
[191]
르아엣(116.120) 10:30 8948 115
250389
썸네일
[싱갤] 싱글벙글 모닝지구촌 0725
[57]
모닝지구촌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25 8242 46
250388
썸네일
[기갤] 올림픽 앞둔 파리, 철통 경계... 센강은 접근 불가.jpg
[105]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20 6376 40
250386
썸네일
[새갤] 오늘 이진숙 청문회 레전드 ㅋㅋ
[220]
모두까기인형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5 9731 98
250385
썸네일
[이갤] 인도 이발소에 가본 여자 유튜버.jpg
[239]
감돌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0 18702 42
250384
썸네일
[싱갤] 네모네모 특이한 모양의 미생물
[121]
ㅇㅇ(222.118) 10:05 19611 137
250381
썸네일
[카연] 횡단보도 건너는 만화
[67]
과상그퍼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50 5486 39
250379
썸네일
[신갤] [속보] 윤석열 티몬 대응방안 검토
[316]
신갤러(115.140) 09:40 16307 117
250377
썸네일
[수갤] 코끼리와 친척이라 이름에 코끼리가 붙었지만 사이즈가 너무 다른 동물.g
[154]
수인갤러리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30 10224 156
250376
썸네일
[로갤] 로스트 푸드) 롯데리아 우엉버거 직접 재현해봤다.
[69]
이칠공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20 8835 77
250374
썸네일
[메갤] [ESPN] 21세기 최고의 축구선수 TOP 25 (1위로 선정된 메시)
[152]
leomessi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10 7370 17
250372
썸네일
[싱갤] 싱글벙글 음침녀가 날 좋아하는것 같다.manhwa
[90]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00 14896 74
250371
썸네일
[이갤] 영화 밀수처럼?! 제작진 몰래 술과 간식거리 가져와서 숨기는 염정아
[58]
감돌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50 11101 9
250367
썸네일
[위갤] 위바리) 위농농의 후쿠오카 여행 2편 - 바 魔の巣(manosu)
[23]
밀레니엄학원석사과정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30 4076 14
250366
썸네일
[디갤] [탈것] 탈 수 있습니다
[14]
「아이묭」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20 3908 18
250364
썸네일
[싱갤] 다시보는 게임 개발자 마인드 레전드..manhwa
[618]
ㅇㅇ(221.143) 08:10 18172 199
250362
썸네일
[주갤] 업소년들 신분세탁 jpg
[831]
++스나이퍼갑(211.36) 08:00 39190 751
250361
썸네일
[대갤] 尹대통령 美항모 방문 때 中유학생 드론촬영 적발... 간첩 의혹
[309]
난징대파티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50 12061 268
250359
썸네일
[싱갤] 싱글벙글 중소기업갤 레전드 모음
[173]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40 35196 207
250357
썸네일
[이갤] 한국의 도시를 디스하는 일본녀.jpg
[401]
감돌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30 25341 180
250356
썸네일
[상갤] 스포) 데드풀3는 기존 마블 영화들의 헌정
[190]
아이언타이거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0 17722 258
250354
썸네일
[우갤] [한자어-007] '당황'과 '황당'은 어떤 차이가 있을까?
[88]
리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10 7266 35
250352
썸네일
[싱갤] 현대 한국인이 양반 가문임을 증명할 방법이 없는 이유
[608]
ㅇㅇ(223.38) 07:00 22295 206
250350
썸네일
[스갤] 삼성 갤럭시 워치 성능 테스트 결과 떴다 애플망함 ㅋㅋ
[529]
ㅇㅇ(118.235) 01:55 35772 645
250348
썸네일
[싱갤] 싱글벙글 병무청에서 삭제요청 들어온 만화
[727]
ㅇㅇ(118.42) 01:45 54089 1106
250344
썸네일
[카연] 짝사랑하던 선배가 아저씨가 되어버린만화.manhwa
[166]
나보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25 28856 251
250342
썸네일
[기갤] 사설 디지털 장의사 업체가 문제가 되고 있는 이유
[168]
ㅇㅇ(106.101) 01:15 27361 99
250340
썸네일
[주갤] 남혐 주작하다 걸림 jpg
[220]
++스나이퍼갑(211.36) 01:05 44322 642
250338
썸네일
[새갤] 사라진 영국 하원의장의 가발
[193]
육세훈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0:55 25700 112
250336
썸네일
[디갤] [탈것] 여러가지 시점으로
[18]
ㅇU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0:45 8270 23
250334
썸네일
[싱갤] 우울우울) 당신 부모가 인셀덤을 사왔다면?
[191]
쿠엥(115.138) 00:35 30597 252
갤러리 내부 검색
제목+내용게시물 정렬 옵션

오른쪽 컨텐츠 영역

실시간 베스트

1/8

뉴스

디시미디어

디시이슈

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