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시인사이드 갤러리

갤러리 이슈박스, 최근방문 갤러리

갤러리 본문 영역

한은이 금리 올리기 시작했네앱에서 작성

나는아름답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021.11.25 15:05:02
조회 36437 추천 135 댓글 359

28b9d932da836ef539e786e24781756e5e3a40a2d9cef8319c2f18138a962da5f509


조센 부동산은 하방추세탈 듯






한국은행 금융통화위원회(이하 금통위)가 8월에 이어 오늘(25일) 다시 기준금리를 0.25%포인트(p) 올리자 이제 시장의 관심은 추가 인상 여부와 시기에 쏠리고 있습니다.

대체로 전문가들은 내년 1분기 한 차례를 포함해 향후 1년간 최소 두 번 이상 기준금리가 더 인상될 것으로 보고 있습니다.

아울러 금통위가 물가와 금융불균형(가계부채·부동산 등) 문제만 강조해 기준금리를 너무 빨리 올릴 경우, 경기 회복에 발목을 잡고 가계의 이자 부담만 키울 것이라는 경고도 나왔습니다.

오늘 인상으로 기준금리는 1.00%에 이르렀지만, 아직 통화정책이 본격적 긴축 기조로 돌아선 것은 아닙니다.

코로나19 충격을 고려해 기준금리를 사상 최저 수준(0.5%)까지 낮춘 완화적 통화정책을 '정상'으로 되돌리는 과정일 뿐이라는 게 한은과 금통위의 시각입니다.

이주열 한은 총재도 앞서 6월 기자 간담회에서 "지금의 통화정책과 금리 수준은 실물경제에 비해 상당히 완화적"이라며 "기준금리를 한두 번 올린다고 해도 통화정책은 여전히 완화적일 것"이라고 말한 바 있습니다.

이처럼 여전히 시중에 돈(유동성)이 많이 풀려 있는 데다, 내년에도 공급망 차질이나 소비 회복과 함께 물가가 계속 오를 것으로 예상되는 만큼 기준금리 추가 인상 가능성이 큰 상황입니다.

더구나 가계부채 증가, 부동산 가격 급등을 비롯한 금융불균형 리스크(위험)도 여전히 남아있습니다.

따라서 전문가들과 시장은 내년 1분기, 1월이나 2월 중 금통위가 기준금리를 0.25%포인트 한 차례 더 올리고, 하반기에도 한두 차례 추가 인상하는 경우를 가장 유력한 시나리오로 꼽고 있습니다.

만약 내년 추가 인상이 0.25%포인트씩 세 번 이뤄진다면, 최종적으로 기준금리는 1.75%가 됩니다.

강성진 고려대 경제학과 교수는 "물가 상승 때문에 금통위가 연속적으로 기준금리를 인상할 수 있다"며 "내년 두세 번 정도 더 올리지 않을까 생각한다"고 말했습니다.

조영무 LG경제연구원 연구위원은 "내년 상반기 중 한 차례 정도 더 인상할 가능성이 있다"며 "결과적으로 1.25%까지는 기준금리를 올려놓고 이후 미국 테이퍼링(자산매입 축소) 등 상황을 봐가며 속도를 조절할 것"이라고 전망했습니다.

미국 연방준비제도(연준·Fed)의 최근 동향도 금통위의 기준금리 추가 인상 가능성을 키우고 있습니다.

연준은 이미 이달부터 테이퍼링(자산매입 축소)에 들어갔고, 향후 물가 상승 압력이 더 커지면 당초 일러야 내년 말로 예상된 기준금리 인상 일정까지 앞당길 것으로 예상됩니다.

이에 따라 금통위는 연준이 본격적으로 기준금리 인상에 나서기에 앞서 선제적으로 우리나라 기준금리를 먼저 올려 격차를 벌려 놓을 필요가 있다고 판단할 수 있습니다.

달러와 같은 기축통화(국제 결제·금융거래의 기본화폐)가 아닌 원화 입장에서 만약 기준금리 등 정책금리 수준이 미국과 같거나 높더라도 차이가 크지 않으면, 외국인 투자자들의 자금 유출 등이 우려되기 때문입니다.

오늘 기준금리 인상으로 미국 연준 기준금리(0.00∼0.25%)와 격차는 일단 0.75∼1.00%포인트로 커졌습니다.

하지만 기준금리 인상에 따른 경기와 가계 소비 타격을 우려하는 목소리도 적지 않습니다.

코로나19와 같은 경제 위기에 기준금리를 낮추는 것은 돈을 많이 풀어 가계의 소비와 기업의 투자를 촉진하기 위해서입니다.

하지만 경기가 충분히 살아나기 전에 반대로 너무 빨리 돈을 거둬들이면, 경기 회복에 찬물을 끼얹을 수 있습니다.

조영무 위원은 "이번에 올리더라도 향후 기준금리 인상 속도 조절에 신중해야 할 것"이라며 "내년 이후 경기가 계속 좋을지, 이번 겨울을 거치고 코로나가 예상만큼 진정될지, 경기 회복세가 생각보다 약하면 내년 이후에도 물가 상승 압력이 지금처럼 계속 클지, 이런 질문들에 지금 당장 자신 있게 답하기 어렵기 때문"이라고 지적했습니다.

국책연구기관 한국개발연구원(KDI)도 지난 11일 "다른 선진국과 비교해 한국이 금리 인상을 조금 일찍 시작했고, 11월에 올리면 속도도 다른 국가보다 상당히 빠르다"며 "가파른 금리 인상이 경기 회복을 지나치게 제약하지 않도록 유의해야 한다"고 조언했습니다.

기준금리 인상으로 대출금리도 뛰면 가계의 이자 부담이 커져 결국 경기 회복의 관건인 소비가 다시 위축될 수도 있습니다.

한은에 따르면 가계소비를 제약할 정도의 부채 '임계' 수준은 DSR(총부채원리금상환비율)과 LTI(소득대비대출비율) 기준으로 각 45.9%, 382.7% 정도입니다.

대출이 이 비율 이상으로 늘어나면 가계가 소비를 줄일 수밖에 없다는 뜻입니다.

이미 임계 수준을 초과한 대출자의 비중은 올해 1분기 현재 DSR 기준 6.3%, LTI 기준 6.6%로 분석됐습니다.

특히 저소득층(소득 하위 30%)의 DSR 임계 초과 비중이 14.3%에 이르렀고, 연령별로는 20·30대 청년층의 DSR 임계 초과 비중이 9.0%로 40대(5.6%)와 50대(5.4%), 60·70대(4.4%)보다 큰 상태입니다.

우리나라 저소득층과 20·30대의 10% 안팎이 과도한 가계부채에 따른 '소비 위축' 문제를 겪고 있을 가능성이 크다는 얘기입니다.

강성진 교수도 "기준금리가 오르면 대출 이자가 늘어날 텐데, 가계부채 이자 부담은 주로 저소득층에 집중될 수밖에 없다"며 "상환 유예 등 저소득층 부담 완화 대책이 병행돼야 할 것"이라고 강조했습니다.


- dc official App



출처: 미국 주식 갤러리 [원본 보기]

추천 비추천

135

고정닉 28

18

원본 첨부파일 1

댓글 영역

전체 댓글 0
등록순정렬 기준선택
본문 보기

하단 갤러리 리스트 영역

왼쪽 컨텐츠 영역

갤러리 리스트 영역

갤러리 리스트
번호 제목 글쓴이 작성일 조회 추천
공지 실시간베스트 갤러리 이용 안내 [222] 운영자 21.11.18 21467 76
32830 [토갤] 톰홀랜드 반응 떳다!!! [49] ㅇㅇ(121.139) 10:10 6082 114
32829 [몸갤] [ㅇㅎ] 남심 저격룩 Vol.8.jpg [27] 고양히어로즈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00 13631 33
32828 [싱갤] 스압) 싱글벙글 우리가 타는 수도권 전철 차량 종류들을 알아보자 [87]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50 14792 94
32827 [기음] 스시 하네 다녀왔습니다(미슐랭★) [80] ㅁㅂ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40 4657 67
32826 [삼갤] 2021년에 양준혁, 마해영 안타를 쪄올줄이야.webp [55] ㅇㅇ(39.117) 09:30 9108 200
32825 [디갤] 카린이 올해 사진 결산 해봤어요 [35] 마일디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20 2588 34
32824 [싱갤] 싱글벙글 2D 오타쿠 VS 3D 오타쿠.jpg [229/1] ㅇㅇ(175.198) 09:10 24901 476
32823 [카연] 맨날 괴롭히는 소꿉 웬수8.Manhwa [38] 먼마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00 7873 106
32822 [싱갤] 세상이 시뮬레이션일 가능성 [308] ㅇㅇ(221.151) 08:50 17119 116
32821 [디갤] 올해 사진 결산 [85] ㅁㄴㅁㄹㅈ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40 5347 104
32820 [조갤] 조린이의 우포늪탐조 [28] 동박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30 3049 29
32819 [싱갤] 훌쩍훌쩍 코딱지만한 대한민국 땅에서 없어진 항공사들 [127]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20 28287 248
32818 [K갤] 돡붕이의 10/29-30 광주여행기 [78] conecho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10 6011 206
32817 [야갤] [ㅇㅎ] 다이어트 2주차... 링피트... 구입한... 둘째 누나.. gif [76] 누나(220.92) 08:00 17017 36
32816 [싱갤] 싱글벙글 박명수 패는 노홍철...JPG [169] 야필승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50 30004 473
32815 [독갤] 웹툰 지망생의 책 읽기 [181] 흰돌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40 14682 321
32814 [싱갤] 싱글벙글 최근 몇 년간 한일 양국 만화 히트작들 [424] ㅇㅇ(125.184) 07:30 24741 354
32813 [싱갤] 싱글벙글 한국 제1동맹국 수장 [123/1] ㅇㅇ(222.105) 07:20 25923 301
32812 [조갤] 어제 오늘 남산 짧탐 [56] 쌍살벌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10 6376 46
32811 [야갤] 스압) 요즘 급식들은 모르는 만신 ㄹㅇ.JPG [343] 슨탈린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00 39642 1276
32810 [카연] 키1스방 실장보는 만화 -11 [367] 낙구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50 55801 534
32809 [야갤] [ㅇㅎ] 본전 생각... 욕탕에서... 육수만드는... 셋째 누나.. gif [190] 누나(220.92) 01:40 45192 144
32808 [싱갤] 싱글벙글 헬조선의 인도식당 [577] ㅇㅇ(14.40) 01:30 52403 1055
32807 [디갤] 결산까진 아니고 21년 월별 사진 한장씩 [86] 191512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20 10231 68
32806 [힙갤] 지드래곤이 그냥 아이돌인 이유...jpg [1178] ㅇㅇ(49.142) 01:10 81193 1455
32805 [카연] 라즈베리 시 인질극 소동 만화 [116/1] 우동닉ㅇㄱㄹ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00 17096 326
32804 [싱갤] 오싹오싹 현재 좆된 우크라이나 상황.jpg [1154]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0:50 64430 589
32803 [싱갤] 씨발씨발 한복에 이어 이젠 갓도 즈그들 꺼라는 짱깨 [726] ㅇㅇ(175.211) 00:40 41998 860
32802 [주갤] 알파메일.. 여자들 반응.jpg [806/1] ㅇㅇ(223.38) 00:30 75638 1301
32801 [혼갤] 조동연 고등학교 동창입니다. 그녀는 학생회장이 아니었습니다.(졸업앨범) [438] 무스펙인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0:27 44788 1001
32800 [싱갤] 싱글벙글 재평가해야할 훌륭한 리더 [259/1] ㅇㅇ(221.151) 00:20 46324 861
32799 [야갤] 짱개들 역대급으로 착해진 시기 ㅗㅜㅑ jpg [564] 스나이퍼갑(211.245) 00:10 73457 1496
32798 [야갤] 속보) 국힘 영입 또 레전드 떴다ㅋㅋㅋㅅㅂㅋㅋ [1159] ㅇㅇ(116.47) 00:00 48736 1554
32797 [연갤] [ㅇㅎ] 테라모토 리오(寺本莉緒) [65] 바바바밤비(175.223) 12.04 19093 82
32796 [카연] 검은 옷의 비밀.manhwa [380] 누울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2.04 28656 398
32795 [싱갤] 와들와들 범죄자 관상을 맹신하면 안되는 이유.JPG [749] 마가렛또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2.04 67970 923
32794 [야갤] 항상 올라오는 일본 입냄새 선동의 진실...jpg [779] ㅇㅇ(211.36) 12.04 50160 847
32793 [싱갤] 싱글벙글 산악회 이모티콘의 제작 과정 [380]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2.04 47021 750
32792 [야갤] 요즘 일진 단체사진 ㅗㅜㅑ...jpg [549] ㅇㅇ(211.208) 12.04 85506 854
32791 [특갤] 70~80년대 특전대대 게릴라 전술 [323] ㅇㅇ(209.107) 12.04 31194 176
32790 [야갤] 지잡대 에타..."해줘" 레전드 ㄹㅇ...jpg [828] Adida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2.04 89671 1359
32789 [카연] 자작 보드게임 동아리 - 전투민족3 [61] sgtHwang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2.04 12281 101
32788 [싱갤] 싱글벙글 러시아식 운전 매너.gif [379]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2.04 54851 666
32787 [싱갤] 의외의외 의외로 여성혐오단어인 거 [619]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2.04 57854 929
32786 [야갤] [ㅇㅎ] 개 처럼... 살고... 싶다는... 옆집 누나... gif [251] 누나(220.92) 12.04 73338 515
32785 [힙갤] 파이널좆망기념 다시보는 쇼미더머니 올시즌 레전드 감동무대... [260] 팬멋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2.04 54209 1354
32784 [카연] [ 태권도장 명물 재량누나 manwha] [246] 고탐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2.04 34790 642
32783 [싱갤] 싱글벙글 인도의 노상 배변 문화 [470] ㅇㅇ(112.163) 12.04 55003 585
32782 [야갤] 아리아나 그란데...성형 근황 ㄹㅇ...jpg [778] Adida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2.04 81629 702
갤러리 내부 검색
제목+내용게시물 정렬 옵션

오른쪽 컨텐츠 영역

실시간 베스트

1/8

힛(HIT)NEW

그때 그 힛

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