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시인사이드 갤러리

갤러리 이슈박스, 최근방문 갤러리

갤러리 본문 영역

두 천재의 박사논문 심사 과정

ㅇㅇ(61.98) 2022.01.18 19:25:01
조회 75200 추천 692 댓글 809

1. 막스 베버


a65614aa1f06b3679234254958db343a2c50ae84a41f95f41e86


사회학자로 유명한 막스 베버의 박사학위 논문 주제는 의외로 중세의 무역 회사에 대한 역사학 연구였음

(사실 그때는 대학에 사회학과가 있지도 않았음)


지금도 그렇지만 당시 독일 대학에서 박사학위 논문이 통과되기 위해서는

논문 주제에 관해 심사위원들과 토론을 하고 자신의 논지를 지켜내야 했는데


이 과정은 공개적으로 이루어져야 했기 때문에 외부 청중들도 많이 참석했고, 토론은 무사히 끝남




a65614aa1f06b36792342549569975740c17ee952a29b745b24940533d5a


베버: ㅎㅎ 더 논박하실 분 있으신가요?


당연히 베버가 정말로 더 논박할 사람을 찾는 건 아니었고,

이 멘트는 그냥 전통이었기 때문에 독일어도 아니고 라틴어로 말하는 것이 관례였다고 함


그런데 청중 중 누군가가 진짜로 손을 들어버림


"저요"



a65614aa1f06b3679234254958db343a2c50ae84a41f95f41e86


어떤 병신이 진짜 논박하라는 줄 알고 손드냐?




24b0d768efc23f8650bbd58b3686716fbae2


손을 든 사람은 베버보다 47세 많은 테오도르 몸젠


몸젠은 평생 로마사 관련 연구를 1500편 (150편의 오타 아님) 이상 발표했으며 

나중에는 로마사 집필로 노벨문학상까지 수상하는 거물로

학계의 교황이라고 평가받기도 함



2eec8774b2813bf238ef81ec43827738c502ece2b6c3ad16499d8a6e137d828343d50fc96a2eb614b2d00117ee9d2b14e1fb7332205652168a7228decd1ebff1041e8da96d77f04ddc793792e1ece4c8bffca387a7a33e0335beab06087a28767a6e04e55fca10ebec0c66304fa6970eca6f4da1f5567f59694677d4b42889529a610ffd321fa519432f4bf53a958597f93bc06cbf001b3c9216cf999dc3cf8a138a761b876b4b16aab3c79b9512b4

(위 그림은 젊을적이고 이건 늙은 사진)


몸젠: 로마 식민도시에 대한 의견이 나랑 좀 다른 거 같은데? 해명해봐




a65614aa1f06b3679234254958db343a2c50ae84a41f95f41e86


어쩔 수 없이 베버와 몸젠은 현실에서 키배를 뜨게 되고

누가 봐도 베버가 개좆된 상황


그리고 수십분간 토론하다가 몸젠이 토론을 중단시킴

(아쉽게도 자세한 토론 내용은 전해지지 않는것같음)



2eec8774b2813bf238ef81ec43827738c502ece2b6c3ad16499d8a6e137d828343d50fc96a2eb614b2d00117ee9d2b14e1fb7332205652168a7228decd1ebff1041e8da96d77f04ddc793792e1ece4c8bffca387a7a33e0335beab06087a28767a6e04e55fca10ebec0c66304fa6970eca6f4da1f5567f59694677d4b42889529a610ffd321fa519432f4bf53a958597f93bc06cbf001b3c9216cf999dc3cf8a138a761b876b4b16aab3c79b9512b4


몸젠: 베버의 주장이 옳다고 인정은 못 하지만 이 수험자의 앞날을 막을 생각이 없고


사실 젊은이들은 틀딱들이 그 자리에서 받아들이기 어려운 생각을 하기도 하는데


이번이 그런 경우인 것 같습니다. 그리고 덧붙이자면...



7cef8076f5ca759266bad9b119c31b1033f403e35920ed072bfafe9d52861b8b8a1b02696f0e7ec2


몸젠: 내가 무덤으로 갈 때가 되면 이렇게 말할 것입니다.


'아들아, 내 창을 받아다오. 이젠 내 팔에는 너무 무겁구나.' 


다른 누구도 아닌 내가 아주 존중하는 막스 베버에게 말입니다. 





몸젠의 급발진 후 역주행으로 논문 심사는 훈훈하게 끝남


 



2.비트겐슈타인


사실 진짜로 일개 대학원생이었던 베버와 달리


박사학위를 받을 당시에 비트겐슈타인은 이미 유명한 철학자였고 


그냥 과거에 출판한 논리철학논고를 박사학위 논문 대신으로 제출함


마찬가지로 구술 시험이 있었고 


7ce48172daf53da97cb8d38a33d5333c6dcad3a3a77fcdd5a25863c4034af8e4cb04d0bf07b029b44f77b894fc2c2ced43

심사위원은 천재 철학자 G.E. 무어와



7fed8171b58769f13fed81ed4185716534742f938c160a1d016f24ba198eafc02b4286


천재 철학자에 노벨문학상 수상자인 버트런드 러셀



74e98677b08a3aa06deb82ed46d0736f4ace5dc465671559bae50474ae799a2db04fe8a0759f3c464be8e7b4895abe55583db345f49909175ebe1214f89a29dce7e4a13089598ade1d12f89348227798e715ef57d731fbf04de13ff56fa492e093532971789c233807a12285019d222ef2e80fd3798f27d1db20b48525baeca544ca26c16e45bef1eff5233882d87e5de1718e7ea32fb56c1e6989dc0df9ef36301063b9f606ba9dc6251fa35a2109fe84de9e0971eab4a6723d9eb6a54b05f0816318133c52a7e2c199075d342898


시험이 끝난 후 비트겐슈타인은 심사위원들 어깨를 툭툭 치며 이렇게 말함


"너무 걱정 마십쇼. 나는 당신들이 절대 이해 못한다는 걸 알고 있습니다."

(Don't worry, I know you'll never understand it.)




7ce48172daf53da97cb8d38a33d5333c6dcad3a3a77fcdd5a25863c4034af8e4cb04d0bf07b029b44f77b894fc2c2ced43

그러나 무어는 이 지랄을 당하고도 심사 보고서에


"나는 이것 (논리철학논고)이 천재적인 작품이라고 생각합니다. 그렇지 않더라도 박사학위에 필요한 기준을 훨씬 능가합니다."


라고 적고 통과시킴













출처: 싱글벙글 지구촌 갤러리 [원본 보기]

추천 비추천

692

고정닉 190

30

댓글 영역

전체 댓글 0
등록순정렬 기준선택
본문 보기

하단 갤러리 리스트 영역

왼쪽 컨텐츠 영역

갤러리 리스트 영역

갤러리 리스트
번호 제목 글쓴이 작성일 조회 추천
설문 여자아이돌 통틀어 진정한 비주얼 센터라고 생각하는 멤버는? 운영자 22/05/23 - -
공지 실시간베스트 갤러리 이용 안내 [524/2] 운영자 21.11.18 166196 150
55527 [위갤] [요리대회] 동파육 파트1(조리과정 전부 포함) [318] 쿨일라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50 6820 97
55526 [아갤] 5/22, 양산 토곡산, 석이봉 [63] 하글하글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40 2342 14
55525 [디갤] 오늘 찍은 사진 쪄왔는데 봐줄래? (30pic) [55] 티디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30 3830 24
55524 [싱갤] 싱글벙글 미션임파서블7 [168] 자막용계정14.7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20 15252 97
55523 [카연] [공포]음침한 인어가 유혹하는 만화 [231] 전기톱장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10 17615 433
55522 [배갤] 스페인 마드리드 여행기 [36] nolene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00 4111 23
55521 [그갤] A3 연필그림 보구가 [62] 초보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0:50 7208 77
55520 [조갤] 220521 토요일 탐조 (후방주의) [56] 프로는운에맡기지않는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0:40 5008 61
55519 [싱갤] 훌쩍훌쩍 펜타닐로 사망한 인물들.jpg [282] ㅇㅇ(114.206) 00:30 48118 362
55518 [유갤] 산티아고 순례길 여행기 11 - 부르고스-오르니요스델카미노-카스트로헤리츠 [28] yki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0:20 2057 21
55517 [레갤] 아파트 시리즈 모아서 펜트하우스 만들었다 [65] ㅇㅇ(118.222) 00:10 11211 97
55516 [싱갤] 훌쩍훌쩍 '과감하고 용기있는' 투자자 [417] 그냥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0:00 48386 638
55515 [카연] 식민국가는 사과받고 싶어! [794] 은발고양이귀로리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5.22 25713 437
55514 [파갤] 운동 전 후 차이 [536] 제주산옥돔구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5.22 40299 184
55513 [모갤] 2주간의 작업 2.jpg [55] ㅎㅎ(211.212) 05.22 12926 44
55512 [싱갤] 싱글벙글 원피스 사이드 스토리 보스들을 알아보자..jpg [205] ㅇㅇ(211.51) 05.22 29210 203
55511 [차갤] (콜라 연구일지) 5. 만화 닥터스톤에 나온 고수 콜라 [140] 콜라개붕이(121.129) 05.22 7511 95
55510 [토갤] 가지고 있는 전자 토이 젤다 콜랙션 올려봄(스압) [78] Sei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5.22 5975 56
55509 [야갤] 오늘자 윤카 의상.jpg [645] ㅇㅇ(118.39) 05.22 61310 1268
55508 [유갤] 어제의 망한 설악 하이킹 후기 [65] 작은새이령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5.22 10159 43
55507 [싱갤] 인조인간 양산이 가능한다면 유행할 유흥.manwha [272] Arcalive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5.22 52821 642
55506 [S갤] [스압]스테이씨랑 같은 비행기 탄 썰 푼다.txt [259] 왕여신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5.22 24666 128
55505 [미갤] 만화로 보는 싱글벙글 미주갤촌 [236] 퀸지사와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5.22 29996 637
55504 [토갤] ??? : 1-0으로 뒤진 토트넘의 손흥민이 94분 pk를 얻어냅니다! [269] ㅇㅇ(118.235) 05.22 36995 1062
55503 [싱갤] 싱글벙글 옛날엔 빈민의 음식이었던 것들 [568] 211.36(180.71) 05.22 57894 535
55502 [중갤] 속보) EA, 회사 매각 위해서 여러 회사와 접촉중...JPG [277/1] 램파트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5.22 37399 193
55501 [주갤] 삼성전자다니는 형이 한녀에 충격받은 내용.jpg [883] ㅁ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5.22 71431 1333
55500 [카연] 회사 여직원에게 술먹자 하는 만화 [271] 팬케익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5.22 42843 487
55499 [싱갤] 싱글벙글 베트남 vs 태국 [831] ㅇㅇ(218.151) 05.22 50243 753
55498 [중갤] 속보) 원신, 한국에서 체크카드 콜라보...jpg [702] ㅇㅇ(59.31) 05.22 57979 283
55497 [주갤] 남친이 9급인데요 [829] 주갤현자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5.22 64402 883
55496 [야갤] 양산...재앙 사저....열린음악회 개최......mp4 [665]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5.22 40241 1087
55495 [국갤] 안철수,이준석 공개 저격ㄷㄷㄷ [563/1] ㅇㅇ(106.101) 05.22 38917 566
55494 [야갤] 박지현 이정도면 정신병 아니냐...JPG [557] ㅇㅇ(124.111) 05.22 72142 1492
55493 [토갤] 손흥민 피규어 .jpg [361]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5.22 40047 859
55492 [야갤] [충격 속보] 한겨레에서 버림당한 이재명...JPG [575] ㅇㅇ(23.106) 05.22 53417 1361
55491 [새갤] ‘루나’의 권도형 “尹정부, 돈 필요하자 세금 뜯는다” [619] ㅇㅇ(58.148) 05.22 34624 910
55490 [U갤] 재밌게 사는 스티븐 톰슨 근황.jpg [188] ㅇㅇ(118.33) 05.22 33078 215
55489 [야갤] [속보] 여초 커뮤니티, 이재명 여론조사 반응...jpg [780] ㅇㅇ(209.58) 05.22 64304 1453
55488 [싱갤] 싱글벙글 무도 전성기 드립수위 [434] ㅇㅇ(121.172) 05.22 77552 1321
55487 [국갤] 윤 대통령이 바이든에게 준 선물은…전통가구 '서안' [521] 3075#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5.22 44108 559
55486 [야갤] 여가부폐지 국회청원 근황.tpg [778] ㅇㅇ(123.98) 05.22 69942 3399
55485 [롯데] 이딴게... 프로팀?!... .gif [245] 피카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5.22 48110 333
55484 [싱갤] 싱글벙글 여초식 돼지짓(기싸움) 알아보기 [1539] ㅇㅇ(211.51) 05.22 67924 1851
55483 [국갤] 바이든 "尹, 내가 지켜준다"...둘의 '케미' 10점 만점에 8.7점 [650] 윤석열대통령.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5.22 30319 895
55482 [주갤] 30대 이퐁남씨의 삶 K루트 [474] 주갤현자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5.22 40350 440
55481 [싱갤] 싱글벙글 한국삼겹살과 일본삼겹살을 비교해보자 [549] 아주좋소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5.22 63004 1136
55480 [코갤] 수면제 먹이고 코인 훔친 개딸 징역 5년 [637] 단타보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5.22 48459 682
55479 [국갤] 청와대 내일부터 영빈관 춘추관 내부공개 [219] 윤석열대통령.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5.22 22081 346
갤러리 내부 검색
제목+내용게시물 정렬 옵션

오른쪽 컨텐츠 영역

실시간 베스트

1/8

힛(HIT)NEW

그때 그 힛

1/3

뉴스

디시미디어

디시이슈

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