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시인사이드 갤러리

갤러리 이슈박스, 최근방문 갤러리

갤러리 본문 영역

[스압] 조커 스팅 연대기 최종화 PART 1 - 헬프 미 호건

조커스팅아재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022.01.18 23:35:01
조회 10454 추천 105 댓글 86

[지난화 다시보기]


*최종화 분량 관계로 PART 1, PART 2로 나누어 연재합니다.



16370efe6e1de02cb66febe458db343aea91b65587a24fba5e05c7

그 모습이었다. 완벽하지는 않았어도, 분명히 그 모습이었다.


자신의 눈 앞에 보인 그 모습의 남자는 바로


16370efe6e1de02cb66febe758db343afe97aba108c94e28967d9207

'진정한 헐크 호건'의 모습이었다.


레드 & 옐로우의 링기어와 함께 수많은 팬들의 심장을 뒤흔들어 놓은

건 물론이며, '진정한 헐크 호건의' 상징적인 그 시그니쳐 포즈였다. 


그러나, 아직 단정지을 수 없었다.

그 포즈 하나로 '진정한 헐크 호건'이 돌아온건지 확신할수 없었기에


16370efe6e1de02cb66febe658d62d3b1671f4d749557c4ee55a2552b8

스팅은 냉정하고 진지한 자세로써 그를 제대로 시험해 보기로 한다.


'진정한 헐크 호건'의 부활인지, 아니면 그냥 한순간의 '해프닝'인지..


16370efe6e1de02cb66febe158d62d3b1918d4187f784dbafda1919d30

'진정한 헐크 호건'의 부활인가?! 


3cm 초크슬램 후속작 3cm 킥을 시작, 무자비한 해머링 공세와

더블 크로스찹으로 스팅의 목을 강타하는 콤비네이션을 선보이는 호건


16370efe6e1de02cb66febe058db343a5c5517d6f6e91502cdb77a

경기의 초반 흐름은 완전히 호건의 페이스였다.


이러한 호건의 페이스에 아무런 반격조차 하지 못하는 스팅의 모습에


16370efe6e1de02cb66febe358db343aec7c08036845898688bb45

희번덕해진 눈과 함께 딕시 발년 카터의 근심은 더욱 깊어져 간다.


16370efe6e1de02cb66febe258db343a9365d8f32c2321a8e5f536

스팅이 반격을 시도해보지만, 호건은 쉽사리 주도권을 뺏기지 않는다.


16370efe6e1de02cb66febed58db343aa44e217fb449917013e24b

무기력하게 쓰러진 스팅을 링 밖으로 던져버리는 헐크 호건


그렇게 링 밖에 내동댕이 쳐진 스팅을 기다리는 건...


16370efe6e1de02cb66febec58d62d3b34acca5f2b4e2d0a59cbd29ce3

바로 릭 플레어의 악랄한 공격이었다. 


찹과 바디 블로우 콤비네이션도 모자라 마지막 자신의 진필살기

로우 블로우로 스팅의 얼마 안남은 정력까지 앗아가는 릭 플레어 

  

16370efe6e1de02cb66febec5b806a37c07fba32d04e3fe14314719907

릭 플레어의 잔인한 공격앞에 고통스러워 하는 스팅


허나, 이게 끝이 아니었다.


16370efe6e1de02cb66febe4469f233466a0b85a2df4e1ffac4e939beefc

저출산 장려를 위한 호건의 확인사살이 이어진다!


이로써 완전한 남자의 기능을 상실한 스팅언니를 뒤로 한채


16370efe6e1de02cb66febe4479f2e2dd28ed0210db17392ee69d2e4

심판이 스팅의 정력 상태를 체크하는 사이...

릭 플레어가 헐크 호건에게 날카로운 무기를 건넨다!


무기를 잡아든 호건은 그로기 상태의 스팅을 

다시 링밖의 코너로 내몰아 계속해 공격을 진행하였고,


16370efe6e1de02cb66febe4449f2334524feef02a79c0692105d208bd62

받은 무기로 스팅의 이마를 잔인하게 찍어버리기 시작한다!!!!!


16370efe6e1de02cb66febe4459f2e2df0bed289d5cafc1cc72adcc0

극악무도한 잔인한 공격 앞에, 스팅의 안면은 피로 물들게 되고

헐크 호건의 계속되는 공격앞에, 결국 무기력하게 쓰러지고 만다.


16370efe6e1de02cb66febe4429f2334289a781596ba2cf68d99ebfb02d6

승기를 완전히 잡았다 느낀 헐크 호건은 자신의 파트너 플레어와

자신의 숙적 스팅의 시그니쳐 포즈를 따라하는 여유까지 선보인다!


그러나....


16370efe6e1de02cb66febe4439f2e2d8d8f0be4282ce30e3b7bc8f6

이대로 물러날 수 없었던 스팅이 필사의 힘을 다해 반격하기 시작한다!


모든게 끝난 줄만 알았던 호건은 혼란스런 상황 속에, 그저 스팅의

반격에 속수무책으로 당할 수 밖에 없었고

 

16370efe6e1de02cb66febe4409f2e2ded4d2053e631ddb69fac6973

기적적인 스팅의 부활앞에, 모든 게 끝났단 좌절감에 빠져있던

딕시 발년은 자리를 박차고 일어나 다시 한번 스팅을 목놓아 응원한다.


16370efe6e1de02cb66febe4419f2e2da425087d43001f8b75dba8f0

스팅의 공격은 플레어에게까지 이어졌다. 


필사의 반격앞에 속수무책으로 당해 쓰러진 호건의 상태를 틈타


바로 릭 플레어에게로 타겟을 돌린 스팅은 그 동안의 반칙과 공격으로

자신을 궁지에 내몰게 한 그를 향해 무차별적인 공격은 물론,

자신의 안면을 피로 물들게 한 '그 무기'까지 뺏어버린다!  


16370efe6e1de02cb66febe44e9f2e2d0e624828cba3efd6f066b9ad

그리고 '그 무기'를 헐크 호건의 안면에 그대로 강타해버린다!  


16370efe6e1de02cb66febe44f9f2334e48072b408acf475ae991f51a30e

또 다시 안면에 공격을 날리는 스팅!


결국 잔인무도 한 공격 앞에, 헐크 호건은 맥없이 쓰러져 버린다..

 

16370efe6e1de02cb66febe7469f2e2d5b55344a5995602f1e112a2f

결국 호건의 안면 역시 붉은 피로 물들어져 버리고....


16370efe6e1de02cb66febe7479f233414b9459c6463f796e2ef73d44b26

이어 스팅의 스팅어 스플래시가 호건에게 작렬되고!


플레어가 어떻게든 위기의 호건을 구해내 보려 발버둥 쳐보지만

스팅의 원펀치 앞에 그대로 힘없이 링아웃 되버리고 만다.


16370efe6e1de02cb66febe7449f233416d18ceeb9f8179e494ec42b4fb8

그리고 다시 한번 호건의 성치 않은 척추를 향해 

스팅어 스플래시를 작렬하는 스팅!


16370efe6e1de02cb66febe7449c757372e05cbac236b6a7fc462cffb90f

지난 30년의 커리어에서 8번의 수술을 당한 후유증 때문이었을까?

척추에 퍼진 심각한 고통속에 몸부림치는 헐크 호건이었다.


그리고 이제 호건은 더 이상 아무 공격도, 

아무 반격도 할 수 없는 그저 무방비의 상태가 되어버리고...


16370efe6e1de02cb66febe7459f2e2dd6a3ec580eadda2ec7a90751

결국, 스팅의 스콜피언 데스락이 호건에게 작렬된다!


호건이 애써 버텨보려 발버둥 쳐보지만.....


16370efe6e1de02cb66febe7429f2334197e9f879a43e9c4fd41ad61325e

결국 성치 않은 척추 상태로 인해, 얼마 안가 탭아웃 해버린다!


이렇게 지난 2년 전쟁의 최종장은 스팅의 승리로써 끝이 나게되고,

회사의 운영권 역시 딕시 발년 카터에게 되돌아 오게 된다!

 

16370efe6e1de02cb66febe7439f2e2d903ca61c7cef25074e49f8ef

1년만에 TNA의 실권을 다시 잡게 된 딕시 카터와 그의 남편은

감격의 기쁨앞에 깊은 포옹으로 승리를 만끽한다! 


하지만, 그 승리의 기쁨도 잠시.....


16370efe6e1de02cb66febe7409f2e2d1928afaf79a907ab505389ff

호건의 패배에 분을 이기지 못한 릭 플레어가 링에 난입!


뒤에서 스팅을 향해 분풀이 공격을 시작하였고, 그것도 모자라..


16370efe6e1de02cb66febe7419f2e2db47212b8de735ee4b6db7dcd

졸지에 권력을 잃게 된 에릭 비숍과 '임모탈'의 모든 멤버들까지 등장!


16370efe6e1de02cb66febe74e9f2334ef2be09e2a6e1481a53324486f8a

한순간에 잃어 버린 '권력'의 상실 앞에 분노한 그들은,

스팅을 향하여 무자비한 피의 보복을 이어나가기 시작한다.

16370efe6e1de02cb66febe74f9f2e2dc54a817294674376d1d91ba4

그들의 피의 보복은 끝날 줄 모르고 계속되었다.


필라델피아 모든 관객들의 엄청난 야유가 경기장을 가득 메웠지만,

그들에게 야유는 전혀 중요치 않았다. 


오직 '무자비한 피의 보복'만이 그들의 전부였으며, 

그들이 할 수 있는 유일한 것이었다.

16370efe6e1de02cb66febe6469f2e2df958680af4f1fbc3511f2c73

권력을 잃은 자들의 분노는 하늘을 찔렀다.


그 '분노'앞에 스팅은 그저 고통스럽게 당할 수 밖에 없었고,

더 이상 그에게 이 상황을 극복할 희망은 보이지 않았다.


16370efe6e1de02cb66febe6469c75737ecb32f138e6cd661382516f2f20

이 모든 모습을 지켜보고 있던 이 남자,

이 남자는 이 날의 레프리를 맡았던, 비숍의 아들 게럿 비숍이었다.


이 비숍의 아들은 지금의 상황에 큰 혼란을 느끼고 있었다.

자신은 지금의 상황을 어떻게든 말려야만 하는 TNA의 레프리였다.

하지만, 그 전에 그는 에릭 비숍의 '친아들'이었다.


그렇게, 게럿이 천륜과 인륜의 사이에서 갈등하는 사이...

16370efe6e1de02cb66febe6479f2e2da4a93791d06cc53ff67b85ac

에릭 비숍이 스팅을 완전히 끝내기 위해 의자를 들었다!!


과연, 스팅은 이대로 끝나고 마는 것인가?!!! 그러나 그 때였다!


16370efe6e1de02cb66febe6449f2e2d2e58c38cd5c34eeb626c0eec

아들 게럿이 아버지 에릭을 막아세운다!!


결국 자식의 도리를 거부하고 사람이 가져야 할 도리를 

선택한 게럿 비숍! 아들의 이러한 행동에 당황한 에릭 비숍은 결국....


16370efe6e1de02cb66febe6459f2e2d44a1cbf339eb129cce0c3c48

불효자를 향한 확실한 사랑의 체어샷을 날려버린다!


16370efe6e1de02cb66febe6429f2e2d6c7afd3a71ff7be5495c527c

그렇게 마지막 남은 희망마저 날아가버렸다....


16370efe6e1de02cb66febe6409f23345fcab37cf3cf34c4b7709566e3aab6

계속되는 피의 보복앞에 스팅은 아무런 반격조차 하지 못한채

그저 힘 없이 쓰러지고 만다.

16370efe6e1de02cb66febe6419f2e2d6f110c17c1e782a08f7fba57

그리고 그 때, 쓰러진 스팅은 자신의 눈 앞에 있는 한 사람을 응시한다.


16370efe6e1de02cb66febe64e9f2e2d6feb93d14ac0c39a7d751ae8

바로 헐크 호건이었다!


스팅은 지금 이 순간 아무 것도 할 수 없는 자신의 처지 앞에,

호건을 향한 간절한 눈빛과 바램으로 '전설의 세 단어'를 외치는데....

.


.


.


.


.

'다를.. 마음의 준비 됐는가?' 

.


.


.

후우......

.


.


.


.


.


.

16370efe6e1de02cb66febe64f9f2334055ed6540ff8cc80fa8648d2e4d9

"헬프 미... 호건..."

"헬프 미...!"

.

.

.

.

16370efe6e1de02cb66febe1469f2e2dd1859eda20442b59f0574540

스팅의 이러한 갑작스런 도움 요청에 당황해하는 헐크 호건!


하지만, 혼란스런 감정속에 쉽게 마음의 결정을 하지 못하고....

그런 그의 모습에 스팅은 다시 한번 처절하게 호건을 향해 외친다.


16370efe6e1de02cb66febe1479f2334885aae352456db6827ce241fb2ff

"헬프 미!!!! 헬프 미!!!!!!!"


그러나, 그것도 잠시 스팅은 임모탈에게 다시 한번 끌려나가게 되고..

.

.

.

.

그런데 그 때!

16370efe6e1de02cb66febe1449f2e2dc0136bd7e4930366eb2bc84e

이 모습을 바라보는 헐크 호건의 눈빛이 달라지기 시작한다!



[최종화 PART 2에 계속]




출처: 프로레슬링 갤러리 [원본 보기]

추천 비추천

105

고정닉 18

6

댓글 영역

전체 댓글 0
등록순정렬 기준선택
본문 보기

하단 갤러리 리스트 영역

왼쪽 컨텐츠 영역

갤러리 리스트 영역

갤러리 리스트
번호 제목 글쓴이 작성일 조회 추천
설문 버는 족족 다 쓸 것 같은 경제력 없어 보이는 스타는? 운영자 22/05/16 - -
공지 [인재채용] 웹 디자이너(UI 디자이너) 모집 - 디시인사이드 운영자 22/05/18 - -
공지 실시간베스트 갤러리 이용 안내 [519/2] 운영자 21.11.18 160773 150
55147 [카연] 보호자가 의사였던 썰 [323] 고연수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55 13484 215
55146 [주갤] 미스코리아는 돈받고 맥주 마시네 [244] ㅅVRㅁ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45 19755 71
55145 [싱갤] 싱글벙글 고대늑대 다이어울프에 대해 알아보자.jpg [121] ㅇㅇ(59.7) 01:35 11638 80
55144 [그갤] 그린그림 몇장 올리고가요 [92]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25 5932 51
55143 [식갤] 일본 니코타마/지유가오카 유명 식물샵 갔다온 이야기1(스압) [65] 민단소니단민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15 2955 21
55142 [야갤] 절대 한국인으로 살기 싫다는...외국인의 이유 ㄹㅇ...jpg [696] Adida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05 34519 845
55141 [노갤] (장문)노트북 구매 시 유의할 점 [244] 서피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0:55 19200 199
55140 [싱갤] 싱글벙글 면도에 대해 알아보자..jpg [301] ㅇㅇ(59.7) 00:45 43137 263
55139 [바갤] 30주고 산 시티 몇주전에 도색한거 올려봄 ㅇㅇ [113] 이카무스메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0:35 7847 46
55138 [야갤] 야붕이 군첩들 낚아봤다.....jpg [458] 후달사순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0:25 24756 682
55137 [아갤] 일본탐방기-참치가 맛있어 보이는 린카이 수족관 1 [42] BlastFo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0:15 4843 24
55136 [싱갤] 싱글벙글 동물들에 대한 잡다한 이야기들..jpg [191/1] ㅇㅇ(59.7) 00:05 25111 311
55135 [원갤] 개념 보내주라 성지순례 다녀왔다 [137/4] 로피(58.3) 05.19 17950 183
55134 [기갤] 월간조선 6월 : 초중고 동기동창 기자의 한동훈 연구 [265] ㅇㅇ(122.44) 05.19 12830 293
55133 [싱갤] 싱글벙글 약을 안주고 주사를 놓는 이유를 알아보자..jpg [408] ㅇㅇ(59.7) 05.19 30280 109
55132 [필갤] [내출소] 인천투어 떠나볼래? [87] Νiko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5.19 4348 36
55131 [중갤] 14, 15일 플레이엑스포 사진 후기.webp [128] 후기맨(221.154) 05.19 12168 89
55130 [몬갤] 캡콤 신기술 특허 등록함.jpg (feat.블록체인) [340] ㅇㅇ(118.131) 05.19 25702 245
55129 [싱갤] 씹씹스왑 중국의 3대 파벌에 대해 알아보자 1-10편 ..jpg [245] ㅇㅇ(59.7) 05.19 28287 211
55128 [야갤] 김새론 인스타...사과문 떴다 ㄹㅇ...jpg [728] Adida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5.19 42161 380
55127 [닌갤] 우효www 바라는 너의 미래 오늘 출시 wwwwwwwwww [190]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5.19 21623 359
55126 [야갤] 성인 ADHD 특징.jpg [1172] 길을걷다보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5.19 85470 672
55125 [다갤] 다이어트 10개월차 74kg->62kg [231] ㅇㅇ(1.228) 05.19 27733 204
55124 [차갤] (콜라 연구일지) 2. 홈메이드 크래프트 콜라 만들기 [143] 콜라개붕이(121.129) 05.19 8411 85
55123 [중갤] 일본, "짱숨 붕어빵" 출시...jpg [590] ㅇㅇ(59.7) 05.19 47257 449
55122 [싱갤] 훌쩍훌쩍 게임 숙제 시키는 남친... jpg [1118] 케넨천재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5.19 50855 226
55121 [카연] 따땃한 설거지까지 앞으로 27일(2) [158] 케니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5.19 12994 197
55120 [야갤] 싱글벙글 좆크보 오늘자 탈모 대참사 ..gif [357] 업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5.19 37719 551
55119 [군갤] 군붕이 ㅈ된거같다 [289/1] 지게차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5.19 42235 511
55118 [토갤] 토트넘 역대 유니폼 (스압) [161] ㅇㅇ(121.137) 05.19 17611 113
55117 [야갤] 야순이들 .. 대화 ..jpg [507] 업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5.19 85455 1442
55116 [야갤] 갈데까지 간.. 위대한 ..jpg [419] 3dd(121.150) 05.19 66758 721
55115 [주갤] 이퐁남의 회상 [391] 주갤현자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5.19 32071 429
55114 [새갤] 김건희 여사 ‘레이저 눈빛’? 이준석이 밝힌 그날의 진실 [289] 안기세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5.19 32835 314
55113 [싱갤] 싱글벙글 스모 선수는 돈을 얼마나 버는지 알아보자..jpg [386] ㅇㅇ(59.7) 05.19 36310 265
55112 [바갤] 슈퍼커브 에르메스 에디션 출시했대 [183] 용산구주민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5.19 20570 116
55111 [중갤] 펄어비스 연대책임 근황...jpg [345] ㅇㅇ(14.45) 05.19 42612 433
55110 [야갤] 야념요청) 박지현 또 사고쳤다 [789/1] ㅇㅇ(106.243) 05.19 50795 1732
55109 [싱갤] 싱글벙글 맛있는 쏘세지의 종류를 알아보자..jpg [321] ㅇㅇ(59.7) 05.19 40139 247
55108 [카연] 찐따미 너드남 Manwha [350] 사춘기마시멜로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5.19 36584 623
55107 [프갤] 싱글벙글 CU 한우 불고기 김밥( 3500원).jpg [638] 뻘글쓰는프붕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5.19 39534 515
55106 [야갤] 페미랑 전쟁 선언한 이하늘....jpg [579] ㅇㅇ(104.223) 05.19 83419 1907
55105 [새갤] [단독]청와대 본관 내부 영부인 집무실 최초 공개 [529]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5.19 28243 552
55104 [싱갤] 조공조공 리그 오브 레전드 롤 공화국인 한국 상황..jpg [1127] ddd(211.238) 05.19 44631 724
55103 [코갤] 제1회 코스프레 대회 참가 [ 롤 EDG 유미 코스프레 ] [219] 레나천사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5.19 21791 447
55102 [새갤] 박민영 - [내가 왜 M번당 사용 사과해야하냐?] [432] 초능력화신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5.19 19628 786
55101 [기갤] 한동훈 ‘2호’ 지시는 관광 활성화 지원…법무부, 단기방문·전자 비자 발 [350] ㅇㅇ(14.42) 05.19 18190 375
55100 [러갤] 러시아 체조선수, 1년 출전 정지 [266] ARD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5.19 37460 334
55099 [싱갤] 싱글벙글 20년 전 대한민국 [679] 최고다이재석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5.19 49015 536
갤러리 내부 검색
제목+내용게시물 정렬 옵션

오른쪽 컨텐츠 영역

실시간 베스트

1/8

힛(HIT)NEW

그때 그 힛

1/3

뉴스

디시미디어

디시이슈

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