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시인사이드 갤러리

갤러리 이슈박스, 최근방문 갤러리

갤러리 본문 영역

제주도 바 3곳 탐방기 (feat. 근데 이제 여행기를 더한) (스압)앱에서 작성

키스위링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022.01.28 08:20:01
조회 11051 추천 73 댓글 64

오늘은 글이 길어질듯 하니 반말로 쓰겠음 ㅈㅅ

혼자 제주도를 4박5일 다녀왔음
일행 때문에 제약도 없겠다, 요새는 위스키가 취미인 참에
저녁에는 가능하면 바를 많이 다녀보려고 했음
하루는 뻗는 바람에 못 가고 4박 중에 3일은 매일 밤 바를 갔다

첫번째는 사실 이미 한번 리뷰 올려서 중복인데
그래도 또 봐주라

- Day 1 -

제주시내 아라1동에 위치한 ARAN. 9ST가 첫번째였다.
도로명 주소로 아란9길(옛날에 아란마을이었대)이라서 붙인건데
우리 위붕이들도 그러겠지만 Arran 따라 붙인건줄 오해들 많이 한대
나도 그랬음 사실 ㅋㅋㅋㅋㅋ 근데 닉값한다고 아란 꽤 많이 들여놓으심

3fb8c32fffd711ab6fb8d38a4683746f7dcb95c78d5f58cd7dfa53072f76074c2038e005bcacc06a24eebdbbdc

외관이나 인테리어가 신경 쓰신 느낌 많이 나더라
아무래도 위치가 위치다 보니 형태는 가스트로펍으로 운영중이셨어

7fed8274b5836af751ee8ee14f8075735bc8129f66d50d2d47196c2c01793975

라인업 꽤 탄탄하지? 윗라인에는 어쩌다보니 오픈은 어려운 올드바틀들
입맛이 싹 돌았지만 바틀째 마실 수 있는게 아니니...
그래도 구경하긴 좋았다.
사장님이 위스키에 해박하셔서 대화 나누면서 마시기도 즐거웠음

3fb8c32fffd711ab6fb8d38a4483746f35108c8fe554334286bd69d08581ca163c7736aef648da744cc4b682b9

오픈은 진토닉으루다가~

3fb8c32fffd711ab6fb8d38a4583746f628ec63df49d717fd16cc9594d542a621ba1bc645c9e7087aa2070b829

이 날은 따로 저녁 먹을 시간이 안되서 안주 겸 파스타로 해결함
앤초비 오일파스타였는데 매콤하니 아주 좋았다

3fb8c32fffd711ab6fb8d38a4283746ffdab732d4d10dcf95136d7368b9d7295c28bf4d010780964a814709b28

앤초비도 해산물 아니겠어? 바로 피트를 마셔줘야지.
포트애스케이그 궁금했는데 있어서 마셨음
이거 진짜 괜찮긴 해 나는 만족스러웠다
내 평가로는 아드벡 텐 + 라프로익 10을 합친 느낌
근데 이제 밸런스도 꽤 괜찮고 좀만 더 유명해지면
아일라피트의 한 파트를 차지할꺼 같다고 생각이 들었음

3fb8c32fffd711ab6fb8d38a4383746fc28350162eb935a2e3b141f9dd5682c2985c319b9502c44785051abe23

발베니 14도 한잔. 난 이거 진짜 개취향인데;;;
발베니 전용잔에 주셔서 좋았다

3fb8c32fffd711ab6fb8d38a4083746f73693231ca53e7461a777f93f5acd4b3dd3e383d930b134ae84f9d8a91

아보카도구인데 명란을 곁들인. 위스키 안주로 최적이었음 ㄹㅇ

3fb8c32fffd711ab6fb8d38a4183746f6347062e84b4452a81b96d816e8aa3141695f4b95369c05629e42be437

다음은 올드파티큘러 임인년 에디션. 적당한 쉐리 싱캐 CS였음.

3fb8c32fffd711ab6fb8d38a4e83746fc7da9e82057bcfd6fdcd53cff8a776e5795e21385c2fdb711dff59b5f2

하인이라는 꼬냑 싱캐 셀렉션을 마셔봤는데 진짜 맛있었다
이게 옛날에 들여오던거라 시중에선 지금 구하긴 힘들꺼 같고..
여기 혹시 가게 되면 하인 꼬냑 한번 마셔봐 진짜 좋았음

3fb8c32fffd711ab6fb8d38a4f83746ffa0e58abcf52ef434c8ae31e6647cec218d56b7dea457742abd4402d46

그라파도 한잔 마셔봤는데 진짜 특이한 맛이었음
나중에는 그라파도 좀 더 마셔보고 싶었다.

이 잔을 마지막으로 8시 58분이 되서 첫날 술은 마무리 했음.
제주에 저녁에 도착하게 되서 제주시에 묵는다면 여기 꼭 한번 들러봐
막 어마어마한 라인업은 없지만 위스키 한잔 즐기기엔 더함 없을꺼 같음



- Day 2 -

물론 바 탐방이 주가 되긴 했지만 여행도 당연히 했다.

3fb8c32fffd711ab6fb8d38a4781766d4f6342d3c1b311f303e12226ef1e85edaa3c12c981c24b278df3d13743ea

약간 날씨가 흐린가 싶어도 바다색은 참 예뻤고
여긴 협재해수욕장임 비양도가 보여서 좋아하는 곳

3fb8c32fffd711ab6fb8d38a4780766db025d80be9b52b280ab185d52b0e835b979e0b32c97a4b16c7d0547d2b12

점차 날이 조금씩은 개더라. 여긴 신창풍차해안도로.
바다랑 하늘색이 수채화처럼 나와서 맘에 들었음.

3fb8c32fffd711ab6fb8d38a4783766d70ca03d9ef25f9b1b81bb794887ae4bbf1dd520b1ea297842bbb33587e32

여긴 소천진데 뭐.. 바위 멋있었음

3fb8c32fffd711ab6fb8d38a4782766de7e49e4e9e244d57d5fe54d7ed25c3963fea0f3a1afeebafa092da701ffd

소나무 사이로 바다가 보여서 막 찍은건데 구도가 잘 뽑혔다.

3fb8c32fffd711ab6fb8d38a4785766db3680acf3281df333a64dfe2c462acb53bf5ee391ba0f6fcebbdae1ef659

커피노트 훈련 1

3fb8c32fffd711ab6fb8d38a4784766d5e6cf23aa7c895b96f084118d5f3b38ed110946fbe043cdf6244467fb73f

오름도 막 오르고 그랬음. 건강한 위붕이가 술도 더 마실 수 있는 법.

근데 이 날은 서귀포에 있는 바 가려고 서귀포 가놓고서
하도 돌아댕겨서 뻗었음 ㅋㅋㅋㅋㅋㅋㅋ 건강하지 못한 위붕이.


- Day 3 -

7fed8274b5836af551ee87e74e8571732767ccbfc3f34dc037617980b9215f85

담날 아침 갈치구이부터 조져주고 또 신나게 돌아댕겼음
술 사진 곧 나오니까 좀만 참아 위붕이들

3fb8c32fffd711ab6fb8d38a4786766d8e795e574a9803c9b1f85cb576dc6d8b99a63e12c1634a31977d66468367

저녁에 두번째 바를 갔는데 웨이팅 있어서 밑에 식당에서 밥먹음
달고기조림?이었는데 맛있더라 고기
약간 복어고기 마냥 탱글한게 담백하고 양념이랑 잘 어울렸음

3fb8c32fffd711ab6fb8d38a4789766d8344cc1135b35e7603e8a58cca889a2d4b97cf93f25fc5c03c7203339128

식사하면서 잠깐 외도함. 같은 보리니까... 거품 이쁘더라.

밥 먹고 웨이팅 순서 돌아와서 바로 올라감.
두번째 바는 이호테우 해변 근처에 위치한 내도음악상가였음.
여기도 제주공항에서 상당히 가까운 곳임.

3fb8c32fffd711ab6fb8d38a4788766d4f5ba49bfc4f43ab667cd2253a3f0eefbf61d428b34289d4decc22649b9f

안이 상당히 어두워서 이렇게 라이트랑 같이 메뉴판을 주심

3fb8c32fffd711ab6fb8d38a4481766d0a205b48760eb0c7f6bb52b2914bf8b77e66db2dd9f33a7a53487b0e4397

여긴 음악상가라는 닉값을 함. 조용한 분위기의 LP바야.
노래도 진짜 좋아서 와~ 하고 음악에 젖어들 수 있었음.
감성이 좋다보니 인싸들에게 점령당하긴 했지만 그래도 잘 즐겼음.

7fed8274b5836af551ed86e442857c7374a6f92fb6b436ec30247f2261730913

갑자기 한자는 왜 있는지 모르겠었지만 암튼 이런 인테리어임

3fb8c32fffd711ab6fb8d38a4483766d36089b7177aa1bea6d84cccb48f3608f39ba808d60019c5fe53839e57688

이건 걍 찍어봤다. 요새 저런 조명 이쁘던데

0490f719b7826af43eee84e62983746e062926f6136b48a0a2fd06ac494c74b78fd3a0a7964255

여기는 사실 위붕이들에겐 라인업은 약하다.
맥캘란, 발베니, 모렌지, 몽키숄더, 조니워커 같은
호불호 없는 라인업만 있는데 대신 갬성이 충만해서 혼술하기 좋더라.
뭐 어짜피.. 사마롤리 마시러 제주도 가는건 아니자나..?

그래도 와인은 꽤 있었는데 나는 와인은 뭐 알못이어서
당연히 하이볼이나 간단한 칵테일들도 주문이 가능하다.

나는 야마자키DR이랑 하쿠슈DR 마셨음. 가격은 저렴한 편임.
딴거보다 안주가 상당히 저렴해서 좋았다.
나는 저거 올리브 아니고 아이스포도, 포도 얼린거 먹었는데
두잔 마시는 내내 계속 집어 먹어도 남을 정도였다.
근데 5천원. 포도 맛집인가?

원래는 짜계치가 있어서 유명한데 나는 기다리면서 밥 먹어서;;;
하몽이랑 치즈플레이트도 9천원이면 먹을 수 있더라.
가서 노래도 듣고 감상에도 젖어봐~
대신 인싸들이랑 등 돌리고 혼자 고독해야하긴 함 큼큼


- Day 4 -

이 날은 그래도 제주도 왔는데 한라산 구경은 하자하고
아침부터 차로만 한라산 중턱 올라갔다 옴.
중문면세 가는 날이었는데 가는길이기도 했고

3fb8c32fffd711ab6fb8d38a4485766dcdc9a4f507b24d7b99d443e104ce13c175d18f25d49d5c23a607545eb993

눈이 덜 녹아서 길이 이쁘더라. 이 날은 아침부터 날씨도 좋았음

3fb8c32fffd711ab6fb8d38a4484766d2a237a27d54b9ae6bef560643f82b87eb32694f7c21ddc25f34983a5e0ae

이게 군데군데 억새가 피어있는게 참.. 좋은 겨울 드라이브였다.

그리고 나서 중문면세에 도착.
요즘 로얄브라클라 들어오면서 좀 힘 싣어서 이벤트 중인 것 같더라.

3fb8c32fffd711ab6fb8d38a4487766d132f318990eb5024e1020b45be76568d207d9b6d8569c14ea1ee87be6ada

이런.. 전시도 해놓고

3fb8c32fffd711ab6fb8d38a4486766d43601640ca663592626de226501174f0d7695035081ca8aa1dcb97ef206d

옆에는 이렇게 술도 전시돼있다.
이거 촬영하고 SNS 올리면 백팩 주는 이벤트 하고 있더라.
뭐 이쁘진 않은데 그래도 주는건 받으면 좋자나?

12년이랑 18년은 시향을 할 수 있었는데 21년은 시향은 안됐음

재밌는게 로얄브라클라가 전부 싹 다 셰리 "피니쉬"거든?
근데 시향했을때 12년이 생각보다 셰리가 진했음
직원분이 진한 셰리라고 하시길래 아니 피니쉬 아니에여? 했다가
시향하고 바로 끄덕끄덕 했다

18년은 시트러스 위주라고 하던데 진짜 시트러스가 강했다.
대신 저건 셰리캐라기 보단 버번캐에 가까운 노트라고 느꼈음
정확히는 더블캐스크에 가깝다고 해야겠네 셰리가 없진 않았거든.

암튼 나는 21년 집어왔음. 걍 발베니 16 트리플 살까 고민 많이 했는데
직원분이 엄청 자세하게 이해도 있는 설명을 해주시고
본인이 시음했을 때 느낌도 잘 말씀해주셔서 결정했다.
최근 바틀 21년 위베 평점도 89점이긴 하더라고. 16 votes긴 해.

제주공항에서 집어간 1.5만 쿠폰 먹이고 10%(혼자면 5% 손해ㅠㅠ)
할인 받아서 26만원 정도에 구매했다.

이건 조만간 따고 마셔서 후기 남길 예정~ 맛있었음 좋겠네



면세 쇼핑 끝내고 날이 너무 좋으니 또 열심히 돌아댕김

3fb8c32fffd711ab6fb8d38a4489766d8e69b8b3f43e42b6c96df9abe3534247196adf3d4d103de3fa5e0c8fb4b3

수월봉 근처 지오트레일. 아니 저런 지층이 어떻게 보이지? 가짜같애;;

3fb8c32fffd711ab6fb8d38a4488766dbaea77350324fdf192653efb365f4c146110a233ba8a3370a6f3dd8f693c

마지막 바는 제주서쪽에 있어서 다시 서쪽으로 올라감.
구름이 많이 끼고 이동시간이 안 맞아서 일몰을 제대로는 못봤다...


제주도 바 마지막은 한림읍에 있는 난춘호랑이임.
도로 한복판에 갑자기 있어서 잘 찾아보고 가야해.
네이버로 예약도 해야함. 숙소를 근처로 잡는거 추천함.

3fb8c32fffd711ab6fb8d38a4581766dc08d7eb032b4284f3f526ea4be194ff48dced0f4a640227951f77b15419b

간판으로만 찾긴 쉽지 않을꺼임

3fb8c32fffd711ab6fb8d38a4580766d63187649349fa95f5a8972a10a564e0efdb9e1870ef245e74f5d5d3edb09

3fb8c32fffd711ab6fb8d38a4583766d282b1ff14edc25c180232c8bed414cb8e38fbe80149b9d2897c8c87d6b83

가게 들어가면 여기도 꽤 어두운데 한가운데 저렇게 불멍할 수 있게
불을 계속 피워주심. 인센스도 피워주시는데 난 좋았어.
여기도 음악이 끝내줌. 내도음악상가가 잔잔한 음악 위주였다면
난춘호랑이는 약간 딥한 느낌이었는데, 난 이쪽이 더 취향이었어.

7fed8274b5836af251ee8ee545827c73801ba8db6e4b11c0e6d8be7a649e0619

여기도 인테리어에 진짜 신경 많이 쓰신 것 같다.
사장님의 취향인 공간을 꾸며놓으신 것 같기도 하고. 분위기 좋아..

3fb8c32fffd711ab6fb8d38a4585766d66bf66fc2a7d2f939169bb918161688e3c0538f3d18c259ba0cf8ea92b82

1인 예약하면 이런 쇼파에 혼자 앉아서 가운데 불멍 보면서 마신다.
인테리어도 어울리고 늘어져있기 편해서 좋았음.
근데 다른 사람들도 있기 때문에 막 늘어질 순 없음;; 눈치보임;;

3fb8c32fffd711ab6fb8d38a4584766d2b1e7fa72547f07b0bea6f27dce69dd0469ef55e111433ee0cb054f4ea39

호랭이 넘 귀여어

3fb8c32fffd711ab6fb8d38a4587766dec47ed8d7bca0fffa24b8baef64623ed5b63a60f793555cb56235884254f

여기서도 첫잔은 진토닉. 탱커레이 기주였음.
촛불에 비친 색 너무 이쁘지 않음? 안주할 것들도 넉넉히 내어주심.

3fb8c32fffd711ab6fb8d38a4586766d0d521acbf6d5b478c1695f5f5b1d14c11c4685cfc0cf487b1b246318bce4

두번째 잔은 올드패션드였는데 이때는 잠깐 책 본다고 스탠드를
빌려와서 좀 밝게 찍혔다. 기주는 와일드터키였음.
사실 이건 좀 내 입맛엔 덜 맞긴 했어.

여기도 위스키 자체나 칵테일이 어마어마하게 훌륭한건 아니지만
인테리어라던지 불멍, 혼술에 최적화 돼있고 음악이 너무 끝내줌.
진짜 시간 가는줄 모르고 혼자 잘 즐겼다.

3fb8c32fffd711ab6fb8d38a4589766deec9207803b2296145fbe536361f417fd00949f6d5ae6ef281eeac71965b

마지막으로 갓파더. 칵테일 종류가 꽤 있어서 이 날은 칵테일로만 마심.
그래도 위스키가 강조되는 애들 위주로 마셨으니 봐줘라 위붕이들

위스키 잔술로는 여기도 맥캘란, 발베니, 모렌지라던지
와일드터키, 버팔로트레이스 같은 엔트리 라인업들 위주였거든.


제주도 바들의 총평을 하자면,
대단한 위스키를 마시고 오진 못했지만,
편안하게 혼술을 즐길 수 있는 시간들이었고,
너무 좋은 음악들과 함께 감상에 젖어들 수 있었어.

위스키를 많이 마신건 아니지만
위스키가 요새 가장 관심있는 취미인만큼
어느정도 초점을 맞춘 여행을 해서 즐거운 시간이었다.

누군가에겐 제주도 위스키 탐방에 도움이 되었길 바라며..!
긴글 여기까지 다 읽어줬다면 너무 고맙고 서비스컷으로 마무리할게!


3fb8c32fffd711ab6fb8d38a4588766d030728a85f44e59b1fa5bd799e0d5080f4d2484568ad481ae24bd6dd12e4

마지막날이었던 오늘은 많이 흐렸는데도 물은 여전히 맑더라
제주는 바다색이 진짜 너무 예뻐..

3fb8c32fffd711ab6fb8d38a4281766d2875e2f9c6ea4aa11dd9216f9d2d22e896d7082c122cfc6d0032be3e7e74

파도가 넘실넘실

3fb8c32fffd711ab6fb8d38a4280766d8a50fb2e840a83dd4a4afbcab40cc415b2d133adb160814a6a23c315ed01

커피노트 훈련2

3fb8c32fffd711ab6fb8d38a4283766d212e76bf9cd7157af4cb6ac764aafa7eb8790a09c67bd58efec74661a84f

맛있는 스시도 좀 먹고 왔다

3fb8c32fffd711ab6fb8d38a4282766d9b2a5b9d585f254c83bef7bb0f4680153d1e2a37932c546ce712844fd994

고등어 훈연한거. 스모키 노트 훈련 +1

3fb8c32fffd711ab6fb8d38a4285766db19464134cb768a876bfa32b650ecb1d1ec266d6f4f0ea791fba447edd5a

옥돔

3fb8c32fffd711ab6fb8d38a4284766dad2a5add1d3da20749d9726ce8d5a54ab6628ed8f9b9ae9759e9f8ca480f

금태. 스모키 노트 훈련 +2

3fb8c32fffd711ab6fb8d38a4287766d6b8be1f9e152a4e13fe8fcd21c66aee91216916bcd10518ae08c447c9dfd

갈치. 스모키 노트 훈련 +3

3fb8c32fffd711ab6fb8d38a4286766dc8f46e33e6b95e19a22f2fce58f05ee431d3da7fb39d730a585fa975c067

후토마끼도 냠냠

3fb8c32fffd711ab6fb8d38a4289766d50ea6783e81b0cf109298d594fe73657d67614a7c56a3f3b950970841372

우디 노트 느끼려고 숲도 억지로 한번 더 다녀옴

3fb8c32fffd711ab6fb8d38a4288766d99debcec4262e59400a0c38753afef3b34ab206bcd8dd5b17eac237f52fa

마지막 오는 길에 까마귀 떼들이 난리도 아니더라.
와.. 진짜 왜 저랬을까? 제주도에서는 까마귀가 길조라고 해서
제주도가 손 흔들어주나보다 생각하고 왔다.

진짜 끝-!

- dc official App


출처: 위스키 갤러리 [원본 보기]

추천 비추천

73

고정닉 40

9

원본 첨부파일 50본문 이미지 다운로드

댓글 영역

전체 댓글 0
등록순정렬 기준선택
본문 보기

하단 갤러리 리스트 영역

왼쪽 컨텐츠 영역

갤러리 리스트 영역

갤러리 리스트
번호 제목 글쓴이 작성일 조회 추천
설문 여자아이돌 통틀어 진정한 비주얼 센터라고 생각하는 멤버는? 운영자 22/05/23 - -
공지 실시간베스트 갤러리 이용 안내 [524/2] 운영자 21.11.18 168626 150
55733 [싱갤] 싱글벙글 방송사고 모음 [56] ㅇㅇ(115.23) 13:55 18623 80
55732 [모갤] [호랑이] 첫 땅크로 호랑이 (4) [9] 급행츠가루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3:50 752 14
55731 [닌갤] 세계 최악의 회사 [132] ㅇㅇ(211.207) 13:45 10905 145
55730 [국갤] 윤 정부 첫 경찰 고위급 인사.. 차기 청장 후보 싹 바꿨다 [120]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3:40 5664 153
55729 [바갤] 7년의 열매 드디어 수확했다 [128] 롯테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3:35 12909 96
55728 [새갤] "친문 검사들이 뭉갰던 사건 수사가 재개될 것" [122] 안기세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3:30 8760 232
55727 [싱갤] 싱글벙글 프랑스 여기자가 폭로한 돈바스 전쟁 [205] ㅇㅇ(183.104) 13:25 12995 97
55726 [스갤] 공혁준 & 산범 커플 근황.JPG [437] ㅇㅇ(218.54) 13:20 19459 442
55725 [야갤] 바이든이 삼성 만나겠다고 한국까지 날아온 이유 ㅋ [440] ㅇㅇ(119.195) 13:15 57802 761
55724 [싱갤] 싱글벙글 리사 동남아 팬들 상황..jpg [392] ㅇㅇ(175.120) 13:10 35494 417
55723 [위갤] 퇴사하고 바 차림.. [260] 풍산동(211.251) 13:05 16315 195
55722 [힙갤] 최하민 인스타 .jpg [179] ㅇㅇ(124.56) 13:00 21363 226
55721 [키갤] 인신매매 당하고 살아돌아온 중국 버튜버 [424] 토코야미권속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2:55 32117 450
55720 [싱갤] 싱글벙글 트리플크라운 [169] ㅇㅇ(118.235) 12:50 24675 349
55719 [야갤] 야념 갔던 10대 폭주족.. 이준석 반응 떴다 ㄷㄷㄷ [686] 라델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2:45 29984 2047
55718 [새갤] 박지현 ‘반성과 쇄신’ 호소문 발표에 당은 딴 소리…“개인 자격 [284] 추미애고민정김남국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2:40 11894 310
55717 [싱갤] 싱글벙글 키오스크 안 쓰는 사람.jpg [1244] ㅇㅇ(220.73) 12:35 42018 415
55716 [기갤] "원숭이두창 유럽서 열린 동성애자 파티서 퍼진 듯" [474] ㅇㅇ(223.39) 12:30 15497 341
55715 [야갤] 이준석의 민주당과 신경전 키배 부활했다 ㅋㅋㅋㅋㅋㅋㅋㅋ [236] ㅇㅇ(124.111) 12:25 26863 666
55714 [싱갤] 싱글벙글 '그 애니프사' 근황 [422] 카가미네린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2:20 46377 819
55712 [주갤] 한국, 식료품 가격 전세계 4위 아시아에선 1위 [740] ㅇㅇ(175.201) 12:10 21065 344
55711 [새갤] 윤석열 까던 정치교사 신고한 새붕이... 민원 답변 옴 (+ 타임라인) [587] 유동이미지첨부허용좀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2:05 20852 1206
55710 [싱갤] 싱글벙글 그래서 미쿠랑 결혼한 남자는 어떻게 살고있는가 [223]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2:00 32351 258
55709 [만갤] 14개월 아기 묻지마 폭행.jpg [514] ㅇㅇ(193.148) 11:55 18637 249
55708 [군갤] 신신형 방탄헬멧 무게 비교 [206] 기신고래(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50 22930 99
55707 [코갤] 바이든 대중 관세 철폐 [293] 메르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45 20573 138
55706 [야갤] (속보) 실시간 인천 이재명 사무실 앞 ㄹㅇ [232] ㅇㅇ(146.70) 11:40 29600 723
55705 [우갤] '쇼미10' 초등래퍼, 학폭 징계…피해자 8개월째 등교 못해.news [319] 제이통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35 24990 328
55704 [싱갤] 싱글벙글 남성한정 아인싸 판별법 [611] 래온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30 46936 507
55703 [러갤] 사진많음) 부산 닞붕이의 서울 씹덕성지 탐방 [홍머] [62] 나기눈나나죽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25 5780 51
55702 [야갤] (속보) 김동연 대장동 돈먹음.JPG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738] ㅇㅇ(222.239) 11:20 69774 2908
55701 [싱갤] 싱글벙글 오늘 세계 기네스북 등재된 한국인.. [245]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15 44409 620
55700 [카연] 영원한 요새의 불복자에 대해 [58] 셋하나둘은둘셋하나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10 7683 115
55699 [필갤] [내출소] 심심하면 차이나타운가봐라 +달동네사진추가 [113] 가오가이거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05 8990 29
55698 [인갤] (스압.비채혈) 백지수표 거절한 CL 아버지.jpg [302] 돼랑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00 19367 394
55697 [싱갤] 훌쩍훌쩍 프로게이머가 되지 못한 지망생의 최후 [742] ㅇㅇ(116.33) 10:55 46235 241
55696 [기갤] [속보]라임사태’ 주범 김영홍 도피자금 조달 의혹 최측근 구속 [123] ㅇㅇ(223.38) 10:50 8312 201
55695 [야갤] 오늘자 경기도지사 토론..하이라이트 모음.mp4 [593] 댕조리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45 47461 1584
55694 [싱갤] 싱글벙글 박찬욱 신작 근황…jpg [281] ㅇㅇ(211.36) 10:40 27975 176
55693 [이갤] 박지현 “오전 10시 대국민 사과… 인천 계양을 박빙 예상 못해” [561] ㅇㅇ(223.38) 10:35 22544 192
55692 [싱갤] 스압)싱글벙글 누가 궁금해해서 올리는 사자박제 [134] 네버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30 14931 242
55691 [레갤] 레린이 레고랜드가서 찍은 사진 [97] 야비군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25 10660 86
55690 [싱갤] 싱글벙글 모닝지구촌 0524 [139] ㅇㅇ(112.170) 10:20 15949 211
55689 [국갤] 尹지지율 충청 60% 돌파…한동훈 때린 野에 "공감 못해" 50%대 [275] 삼색냥집사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5 20577 479
55688 [야갤] 정호영 결국 사퇴...JPG [510] ㅇㅇ(211.229) 10:10 52106 678
55687 [야갤] 지디 vs 뷔 인스타 기싸움.jpg [1070] ♥파오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05 55300 1104
55686 [인갤] 05/20 .. 와아.. 문서 다썼다.. (살려죠..) [152] 훗제삼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00 7147 37
55685 [기갤] 서민교수 진중권 손절 [259] ㅇㅇ(218.149) 09:50 20915 456
55684 [새갤] [단독] 윤형선 “눈 뜨고 나니 유명해져…‘도망자’ 이재명에 고마워” [224]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40 18395 482
갤러리 내부 검색
제목+내용게시물 정렬 옵션

오른쪽 컨텐츠 영역

실시간 베스트

1/8

힛(HIT)NEW

그때 그 힛

1/3

뉴스

디시미디어

디시이슈

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