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시인사이드 갤러리

갤러리 이슈박스, 최근방문 갤러리

갤러리 본문 영역

7년의 열매 드디어 수확했다앱에서 작성

롯테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022.05.24 13:35:02
조회 55552 추천 388 댓글 314


Re: 제로부터 시작하는 신불자 생활 part.2 [완결]

05b2de23fcd139ab2eed86e7479c756f2ab1570a4a85355bd7aee50eb50c14641cd84a3685402ce0e26d9a819b0ea2




사기꾼이 인실죶 당하는 과정


사기꾼 인실죶 하러갔다왔다. part.1


사기꾼 인실죶 하러갔다왔다. part.2


사기꾼 인실죶 상황전파하러옴


사기꾼 인실죶 상황전파하러옴

Re: 제로부터 시작하는 신불자 생활 part.1



3eb5df32a88069e83fed98e542ee746c22963858b2092b093bce87f4a049d7e76ebea3b6e849fbe4c64d711f


사기꾼 출소한뒤로 느긋하게 게임 알차게 조지면서 저번에 내용증명으로 파트1 글에서 내용증명을 발송한적이 있어

그때 기한까지 명시 해두고서 그 이후로 넘어가면 바로 추심 시작한다고 다시 한번 강조를 해놨었다.
오 근데...



7fed8277b4806af251ef84e64f837773efaf8a6300bb7e1182aa08b78f4224d5


9

12월 10일 오후 6시가 지나도 결국 내 계좌는 통장이 아니라 텅장이였다.

아무리 생각해도 너무 꽤심한거 아니겠냐? 준비 싸게싸게 하고 시동 걸었다






05b2de23fcd139ab2eed86e7479c756f2ab1570a4a853559d7aee10fb50c1464262133b1786b27a5bcec908ee47e4f


창원가서 알차게 아는놈 새벽에 불러내서 커피좀 조지고 창원에있는 오피스텔로 직행했다.

출소후 거주지가 오피스텔인거 보면 그래도 임마가 꿍쳐둔 돈은 있구나 하고 생각 되었거든

추노하는거 실시간으로 방송하면서 새벽에 가는데 안개 심해서 ㄹㅇ 긴장하면서 갔다

그래도 창원 바다가 보여서 참 맘에 들더라





7fed8277b48069f751ee86e445857c734e64ea54a31d233553a4a59f0fcb72bb


도착하니까 지하주차장에 하야부사 보이더라

나도 내 두발따릉이 계약한거 오면 조만간 바갤에서 낮선천장이다... 라고 개념글 가거나 누군가가 육개장 차려졌으니 오십시오 하고 글 올리겠지?

그래도 법적으로 추심시간이 정해져있기에 차에서 일단 대충 자고 시간되면 일처리 할려고 좀 잤음




7fed8277b48069f751ee86e74181747367a8abb09be780d29a8701470e9b6f00


아침이 되어서 이제 좀 갈까 하는데 엘레베이터 가자마자 보이는 경고문봐라 씨발

지하주차장에서 용변보고 계속 안치우니까 경고문 붙었나봄

역시 어딜가던 별의별사람이 다 있다





7fed8277b48069f751ef8fe141847173d636c48dc619d2717398545142eb0991


사기꾼 인실죶 하러갔다왔다. part.1


사기꾼 인실죶 하러갔다왔다. part.2


이때처럼 또 경비원이던 뭐던 호출해서 쫒겨나는거 미리 방지할려고 집행문,판결문 다 들고가서 미리 관리사무소랑 이야기 끝냄
나중에 문짝 뜯을때 대비해서 여러가지 이야기랑 다했고 문짝 뜯는거는 도어락만 뜯어서 하면 추가적 부담은 도어락만 하면 된다더라
그래도 이해 해주시는 분이라 다행이였고 바로 실행으로 옴김


7fed8277b48069f751ef8fe642827473682d00198daaeace624a53a012c9ad8d


7fed8277b48069f751ef8fe642827c73f7011d153074a9593e2e27db8cd8ff3e


엘레베이터 타고 관리사무소랑 이야기도 끝냈으니 이제 나만의 썸남 만나러 갈시간




05b2de23fcd139ab2eed86e7479c756f2ab1570a4a853559d1aee10ab50c146442ff9668f3d8e8c5095348516a74


지금 만나러 갑니다~






7fed8277b48069f751ef8fe0458175739fa894cf7f4a8ea8f2380d402caab663



문앞 도착
문열기전에 인증샷 한번 남겨주고....... 벨 누르기전 인기척이 있는지, 가스검침 돌아가는지 확인했는데 결국은 있다!


그리고 벨을 눌렀는데








7fed8277b48069f751ee87e54e857573a35d0b32ace68db87aa425724afb4968


문을 안열어줌 씨발

좀 열어 씨발

그래서 아래 편의점 가서 메모 포스트잇 사와서 문에 하트 만들고있는데 옆집에서 누가 나오더니 신고함

아.... 그래서 호다닥 다시 치우고 그냥 이벤트때문에 하트좀 만들고있었다 라고 해서 우야무야 넘기고 사람 없을때 인증샷만 찍음

추심온거랑 종이좀 남기고 한참 기다리다가 드디어 나만의썸남과 이야기가 되었다.




그 과정에서 사진이랑 이런건 못찍고, 법적으로도 문제가 있어서 대충 이야기 나누고 허락 받은 공개 내용만 적어보자면 아래와 같음


나를 나라고 사기꾼을 사 라고 칭함


나: 드디어 목소리를 들어보네요

사: 이렇게 찾아오면 불법아니에요?


나: 문제없는 추심입니다.

사: 경찰에 전화해봤는데 찾아오면 불법이랬다. 신고하겠다


나: 신고해라. 문제없다.
사: 정말이냐?


나: 그렇다. 신고해라
사: 자꾸 찾아오면 내가 불편하다 그만 왔으면 한다.


나: 그럼 입금해라. 나는 니가 7년전 경찰서에서 연락갔을때 잡혀도 벌금 30만원만 내면 끝난다고 말한거 잊었나?
사: 대충 그런거 같다. 그땐 나도 내가 왜그런건지는 모르겠다 사과하겠다.


나: 사과는 당연한거고 입금하면 된다.
사: 지금은 돈이 없다.


나: 일자리가 없나?
사: 그렇다


나: 어느 교도소 어디서 출소했는지 말해봐라, 천안교도소 갔을때를 마지막으로 이송됬을때 그 이후는 어디로 갔는지는 못찾았다
사: xxx에서 xxx으로


그리고 여러가지 이야기를 나누었고 사기꾼이 천안교도소에서 자기 본가 근처로 간줄 알았는데 나중에 들어보니 항소해서 윗동네로 갔다고 하더라?

그러니 못찾지 씨발 엉뚱한 아래쪽 교도소들 가서 찾고 있었으니 ㅋㅋㅋ

여튼 임마랑 이야기좀 나누다가 출소했다고 하니 아는 교도관님에게 이야기좀 해서 임마 취업좀 할수있게 기존에 교도소에서 허그일자리도 받아봤다고함

취업 연계방법이랑 알려줬고 생활비 빼고 나머지 입금한다고 하니까 나도 해피엔딩 임마도 해피엔딩 이라고 생각된다 아마도?


사기꾼에게 나말고 민사 들어온게 많을텐데 그건 어쩔꺼냐 하고 물어보니까 민사 들어온게 대부업 쓴거 말고는 없다네?

사기당한사람은 분명 백단위로 알고있는데 민사 넣은건 나뿐이라 하더라

결국 100미만 소액단위면 사기당하고 경찰에 신고만하고 피해금액을 돌려받기 위한 노력을 못했거나 안했다는 소리인데 나중에 법이 개정되고 해서 사기꾼에게 사기당하면 이렇게 저렇게 해서 돈을 받을 방법 과정등을 알려줬으면 좋겠다


여튼 나는 이제 진짜 추심끝.

더이상 찾아갈필요도 없고 신불자 7년이면 충분하다고 생각해서 12월 11일 찾아갔을때 11일 이후로 이자는 더이상 안받겠다.

다만 갚지않으면 그대로 받겠다 하고 집으로 왔음



7fed8277b48069f751ee8ee641847d73eb81aee0fb2f66dddbe6dd783a57378a


씨발
멀리가면 버스타고 가라 절때 차 몰지 마라









7fed8277b4806af251ef84e64e8477737c8b4138f4a92c8c2f4582fd85bffbeb


안갚으면 시효연장 해서 신불자 7년채운거 다시 0년부터 시작 가능함

사실상 돈 갚기전까지 평생 신불자라 이제 갚을꺼임 출소도 했으니까


은행들도 압류 걸어놔서 지협단위 말고는 안되니까 얼른 갚을꺼고 핸드폰도 임마 명의로 안되서 부모님 명의 쓰고있음

다른놈도 사기 쳐볼 생각 있다면 사기치지말고 차라리 게임으로 쌀먹이라도 해서 사기만은 절대 치지말자.



여튼 진짜 끝! (아마도)




- 7년의 열매 드디어 수확했다

1ebec223e0dc2bae61abe9e74683766d1c1567bef40f0f512bd3936b5d7d77e951ce8a610473001b34f6b0a667e9f826979ca7ad


[그동안의 스토리]


사기당하고 1년뒤 사기친놈 구속되고 출소해서 일자리 못잡을때
가석방 기간내 일자리 잡는법이랑 교도관연결등 다 알려주고 드디어 수확한다.

이번달에 적은 돈이지만 매달 입금하면서 보낸대





https://zen.ly/LOTTE_ 롯데팬아님





출처: 바이크 갤러리 [원본 보기]

추천 비추천

388

고정닉 109

49

댓글 영역

전체 댓글 0
등록순정렬 기준선택
본문 보기

하단 갤러리 리스트 영역

왼쪽 컨텐츠 영역

갤러리 리스트 영역

갤러리 리스트
번호 제목 글쓴이 작성일 조회 추천
설문 어떤 위기에도 이혼 안 하고 오래 함께할 것 같은 스타 커플은? 운영자 22/06/20 - -
공지 실시간베스트 갤러리 이용 안내 [547/2] 운영자 21.11.18 230504 163
60562 [싱갤] 싱글벙글 포장이 중요한 이유 [527] ㅇㅇ(118.235) 01:50 46629 529
60561 [일갤] 2020년~2022년 주요 연주영상, 보플 모음 [76] Rane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40 3203 21
60560 [지갤] 지샥 풀메탈 b5000d-1dr 스트랩이랑 베젤 교체기 [57] 큰뿔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30 4358 8
60558 [싱갤] 싱글벙글 어른도 울린 전체이용가 애니 [324] ㅇㅇ(121.172) 01:10 42896 735
60557 [커갤] 약스압) 홈카페 시장과 3D프린팅에 관한 짤막한 잡담 [106] chuuuuuuuu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00 7548 46
60556 [카연] 회사 여직원에게 술먹자 하는 만화 5화 [117] 팬케익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0:50 16004 258
60555 [싱갤] 식객에서 나오는 증류식소주 [418] 사랑한다부정형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0:40 33099 273
60554 [프갤] (요리대회)핑크빛 그대에게 맹세의 감자튀김을 [87]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0:30 6793 54
60553 [원갤] 경복궁역 원신 전시회 다녀왔따(스압) [177] 도쿄역팔중앵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0:20 9639 135
60552 [싱갤] 싱글벙글 자문하러 왔다가 연기하게 된 사람.jpg [259] 아주좋소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0:10 43829 772
60551 [나갤] 나루토가 나재앙이라고 불리게 된 이유.jpg [510] ㅇㅇ(223.39) 00:00 29964 739
60550 [카연] 어린 시절 교통사고 당한 썰 .manhwa [131] 택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25 13655 121
60549 [공갤] 일본 동요 ‘삿짱(サッちゃん)’의 도시 괴담 [348] 히죽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25 16506 91
60548 [야갤] 초스압) 안철수의 과거 발언을 알아보자 ㅗㅜㅑ [843] ㅇㅇ(223.54) 06.25 18312 536
60547 [싱갤] 싱글벙글 금융상품 만드는 방법.jpg [321] ㅇㅇ(39.7) 06.25 25203 293
60546 [블갤] NDC22 블루아카 리뷰 - 시선 추적 [187] 날자꾸나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25 11497 135
60545 [문갤] 더판후기) 금사과 전쟁 [98] 애들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25 7872 84
60544 [넷갤] 종이의집 하회탈 간단하게 만드는 방법 [306] 만들기장인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25 20546 189
60543 [싱갤] 싱글벙글 200년 전 참전용사 사진들...jpg [242] ㅇㅇ(1.239) 06.25 24398 151
60542 [카연] 플랫몬스터 마지막화 [146] sgtHwang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25 14730 198
60541 [독갤] 평생동안 모은 책들을 인증합니다(데이터주의, 모바일 배려x) [284] ㅇㅇ(61.254) 06.25 14936 127
60540 [싱갤] 의외의외 호모들 존나 많이사는 나라..jpg [496] ㅇㅇ(122.42) 06.25 64332 716
60539 [원갤] 각청 뽑은 기념 종이로 각청 만들어옴 [346] 이치카발닦개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25 17126 159
60538 [블갤] ㄱㅇㅎ)워해머가 그림다크하다고? [154] 반찬통학살자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25 12729 152
60537 [싱갤] 싱글벙글 도쿄 일본인 여자 택배원의 하루.JPG [664] ㅇㅇ(121.146) 06.25 58029 540
60536 [K갤] 스압주의) 치노와 후유의 도시락을 만들어보자 2편 -완- [112] 시로사키하나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25 6592 59
60535 [도갤] 제주도 여행 후기 정리해준다. [173] ㅇㅇ(49.164) 06.25 14650 99
60534 [싱갤] 오싹오싹 번호를 착각한 조폭의 문자내용…. [377] ㅇㅇ(12.34)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25 75541 1160
60533 [블갤] 나츠 방패 제작기(1) [91] 아이오피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25 6405 74
60532 [카연] 짧)아는 형이 동성애자가 된 이유...Manhwa [629] 악연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25 40224 472
60531 [공갤] (기묘한 이야기) 악마의 게임 소프트 [141] 히죽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25 19367 99
60530 [중갤] 말딸)알면 재미있는 실제 말 이야기 -실베감사제 [308] 우동게인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25 20281 296
60529 [주갤] 실시간 "광주"전남대 에타 근황ㅋㅋㅋ [1045] ㅇㅇ(223.33) 06.25 50797 900
60528 [싱갤] 싱글벙글 정신이 혼미해지는 사기꾼 국뽕 유튜버.. [581] ㅇㅇ(121.125) 06.25 63812 1384
60527 [종갤] 김치의집 해외평가근황 [779]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25 49110 705
60526 [야갤] 6.25 전쟁에 참여한 부대 호명 순간 [993] 슨탈린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25 47790 1103
60525 [자갤] 사회초년생이 끌어도 절대 카푸어 소리 안듣는 차 [839] 레이붕붕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25 55098 1130
60524 [싱갤] 싱글벙글 실감나는 연기 레전드..gif [264] ㅇㅇ(122.42) 06.25 64129 928
60523 [싱갤] 싱글벙글 여행시 사람별 유형 [501] 211.36(180.71) 06.25 42109 153
60522 [미갤] 듀란트의 클러치 더블팀 대처에 대해 아라보자-2 [85] ㅇㅇ(49.142) 06.25 9581 128
60521 [야갤] 오빠가 여동생 결혼 반대한 이유........jpg [1060] ㅇㅇ(212.102) 06.25 69672 1689
60520 [만갤] 그려뒀었던 일상만화에요 (세편짜리임 졸라 김) [127] RAVEN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25 9457 146
60519 [싱갤] 싱글벙글 기술이민겜 마비노기... 쇼케이스 근황.jpg [416] ㅇㅇ(112.162) 06.25 35137 533
60518 [야갤] K-드래곤 라이더...gif [498] 슨탈린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25 37994 413
60517 [카연] 나태한 마왕은 신과 싸우기로 결심한다. 9화//그간 못올린 이유 [54] ㅂ팡훈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25 8263 50
60516 [야갤] 586세대 몰랐던 사실.jpg [886] 솔라니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25 61517 849
60515 [코갤] 토지개혁 이야기 [469] 메르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25 17701 272
60514 [러갤] 대전 애플샵 갔다왔어요 [310] 닛코린리나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25 24465 113
60513 [싱갤] 싱글벙글 의사가 말하는 희석식 소주 [1804] ㅇㅇ(122.46) 06.25 71307 1301
갤러리 내부 검색
제목+내용게시물 정렬 옵션

오른쪽 컨텐츠 영역

실시간 베스트

1/8

힛(HIT)NEW

그때 그 힛

1/3

뉴스

디시미디어

디시이슈

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