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시인사이드 갤러리

갤러리 이슈박스, 최근방문 갤러리

갤러리 본문 영역

말딸)알면 재미있는 실제 말 이야기 -실베감사제

우동게인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022.06.25 20:30:02
조회 26249 추천 349 댓글 327


--------------------------------------------------


0ebcc066b7826af423ef80f84485646fa2d51bc3a3170b6192f31772111143fc15b8b6158e60b9a2c2


a05328ab0b2a6ae87eb1d19528d52703864b9c8850a3


0ebcc066b7826af423ef80f84485646fa2d51bc2a3150b6192fd1b72111143fc206aaa7ec88fd0dd3bde




a05328ab0b2ab4669e3316459a11d47377287908effda652c5c9bccfae51


a05328ab0b2ab352be34025c58db343a94dbc801fff29eeb1cd93f



우마무스메도 팬 감사제 같은 걸 한다지?


실베 간 기념으로 실베감사제!


실제 말 이야기 하나 찐막으로 써봄!


이번 말은 ㄹㅇ 많은 사람들에게 인기를 받았던 말임


a05708aa193ab542be34056158c12a3acd2608b1c3dfaf21a06f2bf5



트윈 터보


닉 값대로 도주마였던 말임.


이 말의 기록을 보면



0ebcc066b7826af423ef80f84485646fa2d51dc4a312026196f21472111143fccf79dea56c7e15066022



나름 1등도 많이 한 것 같고 괜찮아 보이지만 사실 살펴보면



0ebcc066b7826af423ef80f84485646fa2d51dc7a3130f619ff41b72111143fcb69965fba8c493c21861



1군~2군 경기에서 이긴 적이 없음


이런 별 볼일 없는 도주마가 왜 많은 사람들의 인기를 끌였냐면..



a05708aa193ab542be34056158db343a7fcdc3ec7364262e1db1b3


'로망'


그 자체였기 때문임.


도주마가 압도적인 속도로 앞서 나가면 대도주 했다! 하는데


트윈 터보는 하이퍼 도주 라고 했음


물론 그렇게 하이퍼 도주를 잘 했으면 2군이라도 우승 했겠지, 결국 마지막 바퀴를 돌기 전에 힘 다 빠져서 1등으로 달리다가 꼴지로 빠지는 경우가 많은


모 아니면 도 올인 닥돌 러쉬를 했는데 그게 많은 사람들에게 인기를 끈 요인이었음


우리가 알다시피 이런 상남자 같은 캐릭터는 독특한 매력이 있는데



0ebcc066b7826af423ef80f84485646fa2d51dc2a317096196fd14720b0f43fce70538002fc332ea9882


적만 보면 궁 키고 알파부터 긁어대면서 다 죽여버리는 마이라던가


공중에 적이 떴다 하면 밑도 끝도 없이 소리에게 돈! 하면서 궁 써버리는 야스오 라던가



a76f20aa223276b660b8f68b12d21a1d268a3e1a95cf


궁만 차면 류진노 켄오 쿠라에에에에 하면서 달려드는 겐지를


중계로 보면


와! 간다! 간다! 하고 함성이 몰아치는 것 처럼.



이런 트윈 터보의 일생은 ㄹㅇ 로망으로 시작해서 로망으로 끝남


처음 태어났을 때 트윈 터보는 실패작이었음


수컷인데 너무나 크기가 작았고, 겁이 많고 소심했음


방목지에 말들이 모여 있으면 구석에 짱 박혀 있는 스타일인데, 그렇다고 혼자 노는 스타일은 아니고,


계속 구석에서 다른 말들 눈치 보면서 설설 기는 그런 찐따 말이었음..


거기다가


a76f3caa1806b54cb6ee98bf06d60403f3ec3861f69d0a172bf0


이 게이트에 들어가기 싫어하는 말들은 매우 많아도 아예 들어가지를 못하는 말이 트윈터보였는데, 되게 무서워 했다고 함.


아무리 경주마로 준비가 되어도, 게이트 입장 테스트에 통과하지 못하면 경주마 자격이 없었음.


그래도 남들 다 하는 게이트 통과를 말 나이 3세때 겨우 해서 시기를 다 놓침..


그리고 경주마다 보니 다른 승용말이나 짐말로 쓸 가치도 없고..


어떻게든 들인 돈이 있으니까 바로 말고기는 못 만들고 경주마로 써 먹으려고 하는데


겁쟁이에 몸도 왜소해서 몸싸움 하면 맞아 죽을 게 뻔해서 선행, 선입, 추입 못하고 도주마로 결정남.


도주마들은 보통 다른 말들을 앞에 서려는 리더 스타일이나, 다른 말들이 앞에서 뿌리는 흙이나 먼지 뒤집어 쓰기 싫어하는 깔끔한 말들이 주로 서는데


트윈 터보는 겁이 많아서 섬..

그리고 체력도 부족하니 단거리를 뛰어야 했는데.. 저 게이트에 들어가기도 무서워하면서 또 어떻게 들어가 있으면 출발도 늦게 해서 스타트 늦으면 가망이 없는 단거리 보다


살짝 늦은 정도로는 커버가 가능한 중장거리 종목 말이 됨.


트윈 터보는 이렇게 우여곡절 끝에 중장거리 도주마가 되었으나..


많은 사람들의 우려와 다르게



a05708aa193ab542be340561479f233443ab254c0c8891edcbd31a386320



3군 무대에서는 나름 잘했음.


빠르기는 엄청 빨랐으니까.


거기에 경험 없는 말들이 트윈 터보의 페이스에 휘말리는 경우도 많았음.


하지만 2군 부터는 조금 힘들어함..


그렇게 2군 무대, 3군 무대를 왔다갔다 하던 트윈터보의 인생의 변환점이 생겼는데..



0ebcc066b7826af423ef80f84485646fa3d519c4a312036191f111720b0f43fcaf8b0b56686122341f6d6b


91년 아리마 기념에 뽑힌 것.


아리마 기념이 뭐냐면 1년을 마무리 하는 1군 경주로


팬감사제의 느낌이었음


올스타전이라고 해야하나?


가장 화려하고 커다란 대회중에 하나로


인기 투표로 뽑힌 말들 + 추첨으로 뽑힌 말 1마리+ 협회에서 뽑은 말 1마리


이렇게 모인 말들이 2500미터라는 초장거리 레이스를 뛰는 경주.


트윈 터보는 운 좋게 추첨으로 뽑힘.


이 당시 91년 아리마에는 쟁쟁한 말들이 당연히 많았는데



a67a15ab050a76b660b8f68b12d21a1d875ffe1a7e17

인기 1위 메지로 맥퀸도 있었고




a65914aa1806b47496f1c6bb11f11a39feefa7e0249b474c6a

나이스 네이처



a67424aa2232b36792ff5d48ca5dd9e9e19727d71aaada65e242aaddebd4b1084d0f3f


메지로 라이언



a04a1cad231eb45eaa333c7158c12a3ab7e0cf0b62f9c1d961e0f416


다이타쿠 헬리오스 등.


이런 쟁쟁한 말들을 상대로 첫 1군 무대가 나간 트윈 터보는


깽판을 치게 된다





0ebcc066b7826af423ef80f84485646fa3d51ac4a316096193f31b720b0f43fcded8aaea2ed621ee5fc3


2500미터 초장거리임에도 냅다 전력질주로 치고 나가는 트윈터보.


이런 트윈터보의 하이퍼 도주 작전에


무려 1군말들이,


그렇게 경험 많고 우승도 해왔던 1군 말들이 이 트윈 터보의 트롤링에 휘말리게 됨


도주마들은 유통기한이 있는 만큼 전력 질주를 하더라도 마지막 바퀴를 위한 체력을 남겨 두는데 도주마대로 이름도 없는 말이 갑자기 달린다고? 질 수 없지! 하듯 트윈터보를 따라 뒤도 없는 전력 질주를 하게 되고


그런 도주마들의 뒤를 악착 같이 따라가는 선행마들은 도주마가 속도를 올리자, 어쩔 수 없이 본인들도 속도를 냅다 올리게 되고


후방에서 따라가는 선입, 추입마들은 어어어어 점마들 뭐하노! 하듯 자기 페이스도 잊고 질주를 하게 되고..


작전이고 뭐고 전부 다 하이텐션으로 개빠르게 경기가 진행됨. 롤로치면 초반에 cs 먹는 구간인데, 갑자기 미드모여! 해서 미드 5대 5 하는 느낌?


그걸 컨트롤 해야 하는 기수들도 난장판에 휘말리거나, 제어불능에 빠짐.



a05e30aa393276ac7eb8f68b12d21a1dad9804afec


심지어 메지로 맥퀸 위에는 외전에도 설명한 전설의 기수 타케 유타카가 타 있었는데도 그랬음.


그렇게 말들이 본인 페이스 잃고 날뛰다가 전부 다 지쳐버리게 됨


당연히 맨 선두로 달린 터보는 마지막에 방전 나서


1등하다가 15마리 중 14등에 들어옴.


15위는 이번이 은퇴 경기였던 늙은 말 오스미 샤다이. 시작하고 얼마 안 가서 지쳐서 대충 달림.


요약하면



a05708aa193ab542be3405619a3ad9737a72cd073eba475b3fdfe373e97894ca


이런 느낌? 이거 14등으로 들어오고 있는거임..


참고로 맥퀸은 인기1등임에도 2등을 하게 되고


나이스 네이처는 3등( 이후로도 아리마 기념 3연속 3등이라는 진기록을 세움)


인기 순위 14위 였지만 이 날 이런 트롤링 속에서 우승한 다이유우사쿠는


무려 138배라는 배당을 터트린 다음 대충 몇 경기 더 뛰다가 은퇴함


그렇게 트롤링한 트윈 터보는 비록 꼴지 다음이었지만


엄청난 인기를 얻게 됨.


이 당시 일본 경마계는 매너리즘에 빠져 있었는데


열심히 뛰지도 않고 몸을 사리고, 안전하게 뛰려고 하고, 안 될 것 같으면 그냥 포기해버리는.


경마팬들 입장에서는 개 재미없는 경주가 대부분이라 욕을 잔뜩 하고 있었음.


경마 관계자들이야 비싼 말 뛰다가 다치거나 죽어버리는 것 만큼 안타까운 일이 없으니까 그랬지만, 돈 내고 보는 사람들 입장에서는 열 받지.


그 와중에 트윈 터보가 그냥 앞 뒤 안 가리고 오늘만 살 것처럼 시작부터 전력 질주를 하니까 저 놈만 보면 옛날이 생각난다!


하면서 사람들이 열광을 함.


물론 그 이후로도


전력질주한다->마지막 바퀴 들어가기 전에 이미 탈진한다->헉헉 거리면서 뻗음->꼴지행


의 반복이었지만, 트윈 터보 팬들은 그 꼴 보려고 보는 거라


돈 걸었던 사람도, 돈을 안 걸었던 사람도


트윈 터보 달린닼ㅋㅋㅋㅋ 엌ㅋㅋㅋ 뻗는다 뻗는다 ㅋㅋㅋ 또 뻗었닼ㅋㅋㅋㅋ 터보엔진 역분샄ㅋㅋㅋㅋㅋ


하면서 즐거워 했다고 함



그렇게 달리다 보니 트윈터보는 부상으로 1년을 쉬게 되고


3군 무대에 다시 복귀함.


그리고 93년 다나바타상에 출전



0ebcc066b7826af423ef80f84485646fa3d51cc5a312096193f711720b0f43fc15bf8783efd2c70a7441be


0ebcc066b7826af423ef80f84485646fa3d51cc5a3130d6191f516720b0f43fcca232c23724eadc7e8bdd8


0ebcc066b7826af423ef80f84485646fa3d51cc4a3160b6193f212720b0f43fc84667dfffe61df74df246b


3군 무대지만 여기서 본인의 신기록을 갱신하면서 도주에 성공함


이 경기에 무려 본인 같은 도주마 5마리가 따라 붙었는데


그걸 다 뿌리치고 평소처럼 달리다가 지치지도 않고 체력을 유지하면서 달려서 1등함 ㅎㄷㄷ


이때 트윈 터보가 받았던 함성은 ㅎㄷㄷ


그리고 트윈 터보의 대기록은 여기서 끝이 아님




0ebcc066b7826af423ef80f84485646fa3d51cc6a3140a6196fd13720b0f43fc5628cb3f02fed32bbcf55a


3군 경기지만 올커마 전은 다른 3군 경기랑 달랐음


왜냐면 1군 경기인 천황상(가을)로 가는 출주권을 주는 경주 중에 하나에 날짜상 잠깐 뛰고 쉬고 다시 뛰는 위밍업 역할도 해서


휴식을 하다가 복귀하거나 컨디션 조절 차 1군 말들도 내려와서 뛰는 경주였기 때문


이 올커마전에서 유명한 말이라고 하면

a6400caa1806b44caa3335719a2ac8738e9806592f1975e49594d4a5fb42cc



1번 인기 라이스 샤워가 있었고.,



a14004aa3a12b343b6ff5d41e35cc0ed897258eb6e89419b05c3fa04fd8cedf266a6



전성기는 한참 전에 지났지만, 그래도 한 시대를 풍미했던 이쿠노 딕터스도 있었음.


여기서는 터보는 인기 3위를 가져감.


어쨌든 나머지 말들도 퇴물이나, 부상에서 막 돌아온 말, 최근 경기가 썩 풀리지는 않았지만 1군 말들이 대거 참여한 상황


0ebcc066b7826af423ef80f84485646fa3d51cc1a3130d6193f713720b0f43fca8e79291f379b7f388da13




0ebcc066b7826af423ef80f84485646fa3d51cc0a3140a6197f713720b0f43fc852a3fe7e116067cc2bf6c


0ebcc066b7826af423ef80f84485646fa3d51cc0a314096193f216720b0f43fcfd320f2f036270520c6ad7


0ebcc066b7826af423ef80f84485646fa3d51cc0a315036195fc1a720b0f43fca51d3a5da160340f213acd




여기서 트윈 터보는 압도적인 도주로 1등을 하게 됨!


이때 트윈 터보와 기수는 한 가지 머리를 썼는데


평소의 트윈 터보라면 체력이고 뭐고 닥돌 올인 몰빵 달리기 였겠지만, 이번 만큼은 후반을 위해 체력을 비축하기로 하고, 다른 말들이나 기수들이 눈치 못 채게 평소보다 살살 달림.


다른 기수들은 트윈 터보가 저렇게 혼자 냅다 달리다가 고꾸라 질 거 이미 알고 있었기에 휩쓸리지 않고 트윈터보가 지칠 때 승부를 걸 생각들이었는데, 마지막 바퀴를 돌 때까지 트윈터보가 지치지 않았다는 걸 눈치 못 챘음.


유일하게 라이스샤워의 기수만이


잠깐만. 트윈터보가 왜 안 지치지? 설마! 속도를 조절했던 건가! 큰일 났다!


하고 알아채고 그제야 속도를 냈지만,


0ebcc066b7826af423ef80f84485646fa3d51cc0a312086192f316720b0f43fcea981ec36ed9332712f9db


이미 저 멀리 도주 한 트윈 터보를 잡을 수 없었다고 한다.


그렇게 당당히 1군무대


천황상 가을에 진출한 트윈 터보는 인기 3위로 열렬한 지지를 받았으나..


더 이상 이런 변칙 작전이 통하지 않고 그대로 추락. 최하위권으로 1군 무대를 끝냄.


하지만 여전히 사람들은 좋아했다고 한다.


그리고 그 다음 해..


트윈 터보는 91년에 이어 94년에 아리마 기념에 또 출전하게 됨.


아무리 인기가 있어도 1군마들을 뚫고 아리마 가기엔 투표 수가 부족해서 탈락.


이번엔 추첨으로도 안 뽑힌 말인 트윈 터보가 어떻게 또 1군 올스타 전 아리마에 나가게 되었냐면


협회가 뽑음.


왜냐면 흥행을 위해서


94년은 좀 흥행에 실패한 연도였는데


이번 올스타전에 참여하는 말들 역시 최고의 말들이냐면 그게 아니었음


이미 그 전에 뛰었던 말들은 은퇴했고,


맥퀸도 7살이라는 고령의 나이로 은퇴했고


중거리 좀 뛰었다는 말들은 장거리 전인 아리마 기념에 난색을 표하면서 거부


유명하지만 최근 성적이 별로.


심지어



a05e34ab1d0ab45bba33165558c12a3a8e499d5e628b3689d90d0777


탄호이저는 사료 속에 섞여 들어간 거미를 쳐 먹는 바람에 배탈 나서 드러누움( 말딸에도 고증됨)


a65f28ad231eb5458eff5d6dfa5ad9e1e2e65bc6edc05a3977fbcfdceb55e3b53ff5aeaef394



그나마 좀 한다는 말은 나리타 브라이언만 있던 상황.


이대로라면 흥행 참패라고 생각해 하이퍼 도주로 인기로 끌고 있는 트윈 터보를 데려온 것.


트윈 터보는 협회의 기대에 부흥하듯



0ebcc066b7826af423ef80f84484646de9c1b7fb4c5795831efa9f2ba908a476622d3cec3ced0a7c8bc6


나리타 브라이언을 상대로 시원한 도주를 펼쳤으나...


나리타 브라이언에게 금방 따라 잡히고 탈진해버리는 바람에 꼴찌함.


이게 마지막 중앙 경기였고,


고령이 된 트윈터보는 은퇴 직전이나, 수준 미달의 말들이 주로 뛰는 지방으로 내려감.


근데 이미 늙어서 대도주를 할 체력이 안되서 졸전을 벌이던 중...


전설의 기수



a05e30aa393276ac7eb8f68b12d21a1dad9804afec


타케 유타카가 지방 교류 기념으로 이 트윈 터보에 올라탐.


많은 사람들이 하루 우라라에 탔던 것만큼 엄청 기대했는데


트윈 터보로 대도주 하는 모습을 기대했으나..


타케 유타카는 트윈 터보로 도주를 안 함.


기수가 선택한 작전은 추입.


맨 뒤에서 따라가다가 마지막에 힘을 내는 전략을 택했음.


마이가 탑으로 가더니 딜탱하고 있으면 그런 기분일까?


당연히 관중들은 대도주하는 트윈 터보를 보고 싶었던 거지.


저런 걸 보고 싶어하지 않았음.


거기다가 트윈 터보 추입까지 했는데 꼴찌함.


경마 팬들은 물론 전문가들에게까지 엄청난 비난을 받은 타케 유타카는 난 처음부터 도주할 생각이 없었다. 아주 극악의 확률이지만 승리를 위해서 추입밖에 답이 없었다. 라고 인터뷰함.


타케 유타카는 천재 기수인 만큼 본인이 이기기 위해 최선을 다 했을 뿐이고, 그것이 추입 작전이라는 합리적인 결론을 내린 거지만


사람들은 꼴찌를 하더라도 대도주를 하다 꼴찌하는 트윈 터보가 보고 싶었을 뿐임. 다른 말들 꽁무니가 쫒아가다가 세월의 힘에 밀려 기력 딸려서 치고도 못 나가는 늙은이 말이 아니더라며 화를 내던 상황.


그렇게 트윈터보 팬들에게 타케 유타카는 최악의 기수가 됨. 물론


a15714aa233ab47fbaf1c6bb11f11a3900b14f6f5e06e0edeb


a15714ad223ab54cb6ff5b59e25df9c5aeed4a43e8cce5001c0a9a9404930c98



그 이후에 스즈카나 스마트 팔콘 같은 최강의 도주마들을 잘 탔던 거 보면 트윈터보 엿 먹으라고 그런 건 아니니 억울할 듯.



그렇게 은퇴 한 트윈 터보는 인기와 별개로 별 볼일 없는 성적에 안락사 당함

.

.

.

.

농담이고 당할 뻔 함.


트윈 터보 팬들이 트윈 터보 안락사 예정이라는 소식 듣자마자 난리를 치면서


안락사를 막아냄.


그리고 트윈 터보의 새끼를 만드는 모임


같은 거 하나 창설해서 팬들이 돈 모아서


교배비 지불하고 트윈 터보 교배 시켜줌


그렇게 트윈 터보 이름으로 5마리의 자식이 나왔는데


애비 꼴이 저 모양이니, 당연히 다 도주 하다가 꼬꾸라지고 전부 실패.


그리고 트윈 터보는 10살( 보통 말 수명 25~30)에 심부전으로 죽으면서 대가 끊김


죽은 트윈 터보는 목장 구석에 갈기만 대충 땅에 묻어주고 여기 트윈터보 묻혀 있음. 펫말 하나 박히고 끝남.


어찌보면 삼류 말 다운 씁쓸한 최후라고 볼 수 있으나..



a64e2cad230eb55eb6333c714481746db2b989ec2c7b542760d3c3fc8bba4e


사람들은 트윈 터보의 도주를 기억 하듯,


드림호스 2000 이라는.


20세기 일본 경마 최고의 말 200선 팬투표에서


91위를 함.


1군 무대 우승 경험도 없고, 2군도 보잘 것 같이 3군 무대에서나 몇 번 우승하고 끝난 말 치고 엄청난 인기를 기록 한 것.


그리고 트윈터보를 기념하는


G3 트윈터보 메모리얼 레이스 같은


트윈터보 이름을 단 레이스도 생겨남.


경기 전에 생전 고인의 개쩌는 경기를 같이 감상하시겠습니다. 같이 트윈터보의 경주를 한 번 감상한 후에 경기가 진행 하는 방식


그리고 후쿠시마 베스트 말 투표에서 트윈터보가 2등을 해서


트윈 터보 전시회도 열림.


많은 사람들이 기억하는 트윈 터보는 로망이었음.


실패하고 또 실패하지만 언제나 포기하지 않고 달리는 트윈터보를 보며 기분이 좋았다.


트윈 터보에 돈을 걸고 마권을 산 사람들 조차 져도 되니까 그냥 냅다 달려라! 하고 응원 할 정도.


저런 말이 있어야 경마가 재미있는 게 아닐까?



많은 사람들이 최강의 도주마는


a15714aa233ab47fbaf1c6bb11f11a3900b14f6f5e06e0edeb



사일런스 스즈카를 뽑지만


최고의 도주마는


a05708aa193a782b8a6f5d66c2826a2d37a80602f81de643a5d4db654211


도주에 모든 걸 걸었던 트윈 터보를 뽑는다고 한다.


--------------


아직 말딸에는 서폿카드만 있고


육성 카드는 없음.


나오기 희망하는 말 1위가 트윈터보였으니


언젠가 나올 것 같은데.. 모델링도 있고.


1년이 지나도 소식이 없노..




출처: 중세게임 갤러리 [원본 보기]

추천 비추천

349

고정닉 107

292

댓글 영역

전체 댓글 0
등록순정렬 기준선택
본문 보기

하단 갤러리 리스트 영역

왼쪽 컨텐츠 영역

갤러리 리스트 영역

갤러리 리스트
번호 제목 글쓴이 작성일 조회 추천
설문 손절없이 오랫동안 우정 지킬 것 같은 스타는? 운영자 22/08/15 - -
공지 실시간베스트 갤러리 이용 안내 [635/2] 운영자 21.11.18 325349 190
70173 [중갤] 尹정부, 재건축 대못 뽑는다…부담금 낮추고 안전진단 완화 [6] ㅇㅇ(1.248) 16:15 232 3
70171 [코갤] 화이자 ceo 코로나 양성 ㅇㅇ [129] 딸기(218.101) 16:05 4564 65
70169 [카연] 빨간머리 음침녀 만화 22 [17] ㄴㄴ16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6:00 2074 16
70168 [해갤] [뉴스] 샤워장에서 신병 무릎 꿇리고 노래 시킨 해병대원 [168] 말딸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5:55 5991 133
70167 [새갤] [속보] 민주 전준위, 당헌 80조 개정 의결 [146] ㅇㅇ(110.14) 15:50 4597 119
70165 [싱갤] 싱글벙글 이동진 평론가가 생각하는 한국 영화 취약점 [211] ㅇㅇ(218.146) 15:45 14951 209
70164 [새갤] [속보] 권성동 원내대표, 의총서 ‘재신임’…”압도적 다수” [244] 와라우조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5:40 4758 165
70163 [로갤] 짜장과 함께 한 동부3고개 후기 [43] 댕댕이애호가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5:35 2667 21
70161 [주갤] 동탄에 맘충이 많은 이유 [243] 주갤현자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5:30 21569 258
70160 [여갤] 어떤 기자의 가장 기억에 남는 스포츠 스타 _ 김연경 [178] ㅇㅇ(121.190) 15:25 8929 208
70159 [도갤] 싱글벙글 요즘 스페인 발렌시아 공공조형물 풍경ㄷㄷ.jpg [207] ㅇㅇ(121.146) 15:20 7385 68
70156 [국갤] “시너 들고 왔다” 화물연대, 하이트진로 본사 기습 점거 [232] 삼색냥집사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5:10 8286 202
70155 [싱갤] 각 나라들의 이름 뜻...jpg [302] ㅇㅇ(49.172) 15:05 31002 202
70153 [러갤] 기랑이와 렌엥이와 제주여행 3 -完- [29] 완도폭격기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5:00 1069 11
70152 [미갤] 권도형 인터뷰뜬듯 [208] ㅇㅇ(182.214) 14:55 12640 108
70149 [카연] (ㅇㅎ/스압) 채무독촉 1화 .manhwa [88] .실장님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4:45 8835 188
70148 [싱갤] 싱글벙글 내한 왔다 혐한 되어 출국한 유명인...jpg [549]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4:40 44762 548
70147 [새갤] 이준석 “尹 뒤에 박지현, 난 카메라 벗어나…취임식 자리 선정도 의도적? [344] 온유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4:35 10578 199
70145 [디갤] [여름휴가] 버섯 [28] 짹.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4:30 2226 15
70144 [중갤] 롯데제과도 띠부실 '디지몬빵' 출시 [375] 이혜리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4:25 14268 102
70141 [오갤] 시마아지 초밥 [96] 금태충(211.179) 14:15 8777 76
70140 [싱갤] 충격충격 흑인 래퍼의 노래 가사.txt [232] ㅇㅇ(27.100) 14:10 37241 467
70139 [M갤] 야구와 음악......music [58] T.Lincecum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4:05 5472 67
70137 [치갤] bbq 엑스트라 버진 올리브유의 정체.jpg [433] dd(122.34) 14:00 25518 457
70136 [야갤] 대낮 카페서 강간미수...전자발찌 끊고 도주 ㄹㅇ...jpg [485] Adida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3:55 21266 249
70135 [싱갤] 싱글벙글 샘오취리 여시 반응 [336] ㅇㅇ(121.101) 13:50 43971 597
70133 [피갤] 수수께끼 히로인 XX 레진 도색 + 베이스 작업 (스압?) [49] 문교파스텔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3:45 3891 28
70132 [카연] 스푼팅크, 무정란 [55] 달껍달껍달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3:40 5305 40
70131 [싱갤] 분노분노 개같은 법 [377] ㅊㅊ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3:35 24246 294
70129 [최갤] [단독] "공기업들 자산 팔아라" 누가 샀나 봤더니 [316] 불멸의이재명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3:30 16365 176
70127 [철갤] 뜨거웠던 한일전... 한일 양국의 호응을 알아보자... [302] ㅇㅇ(39.115) 13:20 23745 499
70125 [F갤] 용량,스압) 100 400 엪붕이 FE R16 사진 대방출(1/4) [23] 국산세이프티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3:15 2266 36
70124 [기갤] [단독] 여성 집 몰래 드나든 남성, 잡고 보니 분양소 직원 [372] ㅇㅇ(27.115) 13:10 21340 123
70123 [싱갤] 지잡지잡 의외로 분교가 아닌 곳 [307] 송예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3:05 43701 168
70121 [기갤] 한동훈 근황...유퀴즈 변호사도 반대한 검수완박 [402] ㅇㅇ(223.38) 13:00 23585 690
70120 [야갤] 요즘 애들 포경수술 근황.jpg [1449] ㅇㅇ(223.62) 12:55 69418 920
70119 [국갤] 채널A_쌍방울 전 회장 적색수배.. 강제 귀국시킨다 [224] 삼색냥집사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2:50 12531 403
70117 [싱갤] 스압) 싱글벙글 노가다판 명언 모음집....txt [238] ㅇㅇ(218.146) 12:45 37022 387
70116 [카연] 보추주의)만렙여장남은 세라복 코스녀앞에서 눈물을 흘린다 1화 [184] 야쥔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2:40 19160 433
70115 [멍갤] 파양 금지 카페에 당당하게 파양글 올리고 쌍욕하는 넘 있네 [168] tttt(39.113) 12:35 16435 221
70112 [싱갤] 궁금궁금 싱갤 하다 문득 든 생각 [117] ㅇㅇ(121.183) 12:25 22567 185
70111 [야갤] PCG들 특징.jpg [254] ㅇㅇ(172.226) 12:20 42238 528
70109 [이갤] 마스터즈&플리마켓 후기 [80] 뚜글러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2:15 5740 46
70108 [코갤] 블라인드 개ㅅㄲ등판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554] ㅇㅇ(211.215) 12:10 38502 616
70107 [싱갤] 싱글벙글 흙수저 스탈린의 젊은시절.jpg [217] ㅇㅇ(128.134) 12:05 28041 213
70105 [야갤] 10년 뒤 맹장 터져도 수술 어려워.jpg [1582] ㅇㅇ(223.38) 12:00 58232 907
70104 [야갤] 인하대 성폭행 가해자 피해 여학생 밀었다.jpg [722] ㅇㅇ(86.48) 11:55 25296 346
70103 [국갤] 빌게이츠, 오늘 오전 국회서 연설…오후 윤 만난다 [312] 피톤치드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50 10681 114
70101 [공갤] 조선왕조실록에 기록된 괴물 [127] 히죽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45 22217 145
갤러리 내부 검색
제목+내용게시물 정렬 옵션

오른쪽 컨텐츠 영역

실시간 베스트

1/8

힛(HIT)NEW

그때 그 힛

1/3

뉴스

디시미디어

디시이슈

1/2